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F-12 : Free Paper Presentation ; GeneXpert MTB/RIF를 이용한 노숙인 결핵유병률 측정 및 진단의 유용성 평가

          천병철,서해숙,김창기,김희진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3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16 No.-

          목적: GeneXpert MTB/RIF (Xpert)는 신속하고 타당도 높은 결핵진단방법으로 전세계적으로 많이 보급되어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그렇지 못하다. 노숙인은 결핵고위험군이나 검체채취의 어려움 등으로 정확한 유병률 측정이 이루어지기 힘들다. 이 연구의 목적은 Xpert를 이용하여 노숙인의 결핵유병률을 측정하고, 고위험군 결핵검진시 Xpert의 진단 타당도와 유용성을 평가하는 것이다. 방법: 2012년 10월 서울역과 영등포역의 노숙인 각각 428명과 317명을 대상으로 전문의 문진, 가슴방사선촬영과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가슴방사선상 결핵이 의심되는 사람은 객담을 채취하여 객담도말검사, Xpert검사, 배양 및 내성검사를 시행하여 유병률을 구하고 각각의 결과를 상호 비교하였다. Xpert의 결핵 및 RIF내성진단의 타당도는 배양검사를 기준으로 계산하였다. 결과: 검진에 참가한 745명 중 남자가 94.9%였으며, 노숙기간은 5년미만이 44.4%로 가장 많았고, 다음이 10년 이상(32.6%) 순이었다. 가슴방사선상 결핵의심자는 18.5% (138명)이었으며, 이중 도말양성자는 6명(4.3%)이었다. 도말양성자는 모두 Xpert양성이었고, 도말음성자 132명 중 양성자도 12명(9.0%)이어서, 결핵의심자 중 Xpert 양성자는 총 18명(13.0%)이었다. Xpert 진단을 기준으로 노숙인 결핵유병률은 1,000명당 24.2명이었다. 배양을 기준할 경우 노숙인 결핵유병률은 1,000명당 14.8명이었고, Xpert의 민감도와 특이도는 각각 100.0%, 94.5%였다. Xpert에서 RIF내성자 2명은 모두 배양에서 RIF 내성으로 판정되었고, 음성자는 모두 음성이어서 RIF내성에 대한 민감도와 특이도는 모두 100.0%였다. 결론: 노숙인의 결핵유병률은 일반인에 비해 매우 높다. Xpert는 높은 민감도와 특이도, 신속한 결과가 가능한 검사법으로 양질의 검체를 받기 어려운 고위험군에서도 결핵검진에 유용하다.

        • 잠복결핵의 병태생리와 진단

          이정규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6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21 No.-

          ㆍ우리나라의 결핵 유병률은 여전히 높으며, 결핵 퇴치를 위한 치료 전략의 일환으로 잠복결핵의 진단과 치료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ㆍ잠복결핵은 결핵균과 인체면역 기능의 역동적인 균형상태로 볼 수 있으며, 결핵 발병의 “seed bed”로 작용한다. ㆍ잠복결핵 검사는 전염성 결핵 환자의 접촉자, 결핵 발병의 위험의 높은 군, 결핵균 감염의 높은 의료인에서 시행한다. ㆍ잠복결핵의 검사방법으로는 TST와 IGRA 검사가 있으며, 상황에 따라 적절한 방법을 선택할 수 있다.

        • P-92 : 균혈증을 동반한 전립성 농양으로 발병한 Burkholderia pseudomallei 감염증이 패혈성 쇼크 및 급성호흡곤란증후군(ARDS)으로 진행한 1예

          유정선,이민혜,강성욱,장나은,백승숙,김이형,최천웅,박명재,유지홍,강홍모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3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16 No.-

          유비저(Melioidosis)는 그람 음성 간균인 유비저균(Burkholderia pseudomallei)에 의한 감염 질환으로 주로 동남아시아 및 호주 북부지 역에서 유행하고 습한 흙과 물속에 퍼져있으며 특히 벼농사를 짓는 논에 많이 분포함다. 상처난 피부와 호흡기로 감염되고 수일에서 수년까지 다양한 잠복기를 보인다. 주로 농양 형성, 폐렴 및 패혈증으로 나타나고 쇼크, 신부전, 호흡부전 등 치명적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다. 본 저자들은 동남아 여행 3개월 후 전립선 농양으로 발병한 유비저가 패혈성 쇼크 및 급성호흡곤란증후군(ARDS)으로 진행하여 사망한1예를 경험하였기에 이에 보고하는 바이다. 66세 남자로 고혈압, 당뇨병, 뇌졸중 병력이 있으며 약 1개월전부터 시작된 전신허약감이 있었고 배뇨곤란 및 고열을 주소로 내원하였다. 환자는 약 3개월전 캄보디아 여행력이 있었다. 복부전산화단층촬영에서 전립선 농양 소견을 보였으며 혈액배양 검사에서 Burkholderia pseudomallei 균주가 배양되어 유비저로 진단하였었다. 균주에 감수성을 보이는 Carbapenem계열 항생제 치료를 시행하였으나 균혈증은 지속되었고 입원 7일경부터 패혈성 쇼크 및 양측성 폐렴이 관찰되었으며 ARDS로 진행하였다. 환자는 기계호흡을 비롯한 중환자실 집중 치료에도 불구하고 조절되지 않는 패혈성 쇼크와 호흡부전으로 입원 14일에 사망하였다. 국내에서 유비저가 발생한 것은 2010년 12월 30일 제4군 법정감염병 지정 이후 3번째이며, 지정되기 이전에는 6건이 학계를 통해 보고되었다. 유비저균은 생물학적 무기로 사용될 정도로 치사율이 약 40%에 이르고 중증 합병증 및 패혈증을 유발하는 치명적인 질환이다. 최근 동남아 여행객증가로 국내에서도 감염 위험이 증가하고 있어 이들 풍토 지역으로 여행시, 특히 당뇨병이나 만성폐질환자의 경우 흙을 만지거나 물을 함부로 마시지 않는 주의가 필요하겠다.

        • KCI등재

          원저 : 한국어판 세인트조지 호흡기설문의 타당도와 신뢰도 검정

          김영삼 ( Young Sam Kim ),변민광 ( Min Kwang Byun ),정우영 ( Wou Young Jung ),정재희 ( Jae Hee Jeong ),최상봉 ( Sang Bong Choi ),강신명 ( Shin Myung Kang ),문지애 ( Ji Ae Moon ),한숙정 ( Suk Jung Han ),남정모 ( Chung Mo Nam ),박무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06 Tuberculosis and Respiratory Diseases Vol.61 No.2

          연구배경: 만성폐질환 환자에서 삶의 질을 측정하는 도구로서 세인트조지 호흡기 설문(St George`s Respiratory Questionnaire;SGRQ)이 개발되어 치료효과를 판정하는 측정지표로 널리 사용되고 있으나 영어권국가에서 만들어 졌기 때문에 우리나라에서 동일하게 사용하는데 제한점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이의 정확한 적용을 위해서 언어, 기술, 개념적인 관점을 고려하여 한국어 설문지를 만들고 이들의 타당도와 신뢰도를 평가하였다. 방법: 한국판 세인트조지 호흡기 설문은 번역, 역번역, 전문가 패널의 수정을 통해 완성되었고, 세브란스병원 호흡기내과를 방문한 환자를 대상으로 하여 이 설문을 시행하였다. 신뢰도 검정은 Cronbach`s α를 구하여 측정하였고 타당도는 폐기능검사, 6분보행검사, 호흡곤란지수와 산소포화도 검사를 동시에 시행하여 설문 검사결과와의 상관관계를 알아보았다. 결과: 74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시행하였으며, 남녀 비는 2.2:1, 평균연령은 63.8±10.3세였다. 이 중 천식환자는 27명(36.5%),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는 39명 (52.7%)이었고, 결핵에 의한 파괴 폐환자는 8명(10.8%)이었다. Cronbach`s α 값은 증상영역, 활동영역, 영향영역 및 총 점수에서 각각 0.63, 0.87, 0.89, 0.92 이였다. 총점수와 FEV1, FVC, 6분보행거리, 산소포화도, 호흡곤란지수와 유의한 상관관계를 보였다. 결론: 한국어판 세인트조지 호흡기 설문은 만성폐질환 및 천식과 같은 만성폐질환 환자에서 신뢰도가 높았고 총점수와의 상관관계는 6분보행검사 및 산소포화도에서 높음을 알수 있었고 폐기능 검사와의 상관계수는 원저인 세인트조지 호흡기설문 및 타 국가의 번역본 호흡기설문에서와 같이 높지 않음을 알 수 있었다. 따라서 우리나라에서도 호흡기질환의 삶의 질에 대한 치료효과 판정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Background: The "health-related quality of life" (HRQL) for patients with chronic respiratory disease has been emphasized, because chronic respiratory disease (CRD) is chronic and progressive, and it finally causes disability. HRQL instruments may be useful for monitoring patients` progress or for determining the most appropriate choice of treatment. We describe the adapting St George`s Respiratory Questionnaire (SGRQ), which is a self-administered questionnaire developed by Jones et al. (1991), into the Korean version for covering three domains of health for the patients suffering with airways disease. Method: We obtained the original SGRQ from the author after gaining permission. For adaptation, we created an expert panel and translated the original questionnaire into Korean language. The translated questionnaire was then back-translated by bilingual experts and we compared it with the original questionnaire. After correction and feasibility testing, 74 patients with chronic respiratory disease (COPD, asthma, destroyed lung) completed the Korean version of the SGRQ. The clinical status of each patients was evaluated concurrently with measurement of their health status. Result: The Korean version of the SGRQ was acceptable and easy to understand. Cronbach`s alpha reliability coefficient was 0.92 for the overall scale and 0.63 for the "Symptoms", subscale, 0.87 for the "Activity", subscale, and 0.89 for the "Impacts" subscales. The correlation coefficients between the overall score and the Borg scale score, oxygen saturation, and forced expiratory volume in one second (FEV1) were 0.52, -0.32 and -0.26, respectively. These results support that the Korean SGRQ was correlated with other measurements. Conclusion: The Korean SGRQ was reliable and valid for patients with chronic respiratory disease, such as COPD, asthma, and destroyed lung. The SGRQ score was well correlated with other respiratory measurements as well. Although further studies should complete the adaptation work, our results suggest that the SGRQ may be used in Korea and also for international studies involving Korean CRD patients. (Tuberc Respir Dis 2006; 61: 121-128)

        • P-116 : 객담 속 결핵균에 대한 Cetylpyridinium Chloride (CPC)의 보존 효과

          김화순,안해진,정지희,이누리,성낙문,김천태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3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16 No.-

          목적: 오랜 기간 결핵균 보존할 때 이용되는 물질인 CPC가 얼마나 효율적으로 객담 속 결핵균을 보존하는지는 알려진 바가 없다. 그래서 본 연구에서는 CPC 처리된 객담에서 결핵균의 생존력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방법: 최종농도 0.5% (w/v) CPC용액에 결핵균주(106 CFU/ml)를 첨가한 대조군과 도말음성 객담에 결핵균주(105 CFU/ml)를 접종한 후, 동량의 CPC용액을 첨가한 실험군에서 결핵균의 사멸정도를 확인하였다. 즉 대조군과 실험군에서 56일 동안 빛이 차단된 실온에 보관하면서 7일 간격으로 CPC를 제거한 후 결핵균 배양 배지에 접종하여 CFU(Colony Forming Units/ml)를 측정하였다. 사용된 배양배지로 2종류(L-J와 7H10)를 사용하였다. 결과: 대조군과 실험군 모두 21일 동안 CPC 처리하여 보관하였을 때 결핵균 생존력에 영향을 주지 않았다. 하지만 28일부터 점차 사멸되기 시작하여 56일 보관 후 실험군과 대조군에서 각각 2.50 log, 2.09 log가 사멸되었음을 확인하였다. 본 연구에서 배양배지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결론: CPC를 이용하여 객담 속 결핵균을 보존하고자 할 때 21일까지는 결핵균이 효과적으로 보존되지만, 28일 이후에는 점차적으로 사멸되 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 많은 내성약제가 있는 다제내성 및 광범위약제 내성 결핵에서의 베다퀼린의 치료결과

          서해숙,김종경,홍재락,서정은,조영수,김부연,권오우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8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26 No.-

          목적: 베다퀼린이 국내 결핵치료에 도입된 지도 4년이 도래하면서, 이 약제가 포함된 다제내성 및 광범위약제 내성결핵의 치료결과를 분석하여, 세균학적 치료효과와 부작용을 평가하고자 하였다. 방법: 2014년 12월부터 2016년 9월까지 베타퀼린이 투여된 다제내성 결핵 및 광범위약제내성 결핵환자를 대상으로 후향적 코호트 연구를 수행하였고, 베다퀼린 투여 24주째의 배양음전 여부와 120주째의 치료결과와 부작용 발생 여부를 분석하였다. 성적: 최종 대상자인 41명 중 남자가 여자보다 많았고(73.2% vs. 26.8%), 연령은 51.3±13.0세였다. 다제내성 결핵은 26명(MDR 1, pre-XDR 25), 광범위약제내성 결핵은 15명, 내성약제 수가 8.8±2.3로 치료가 매우 어려운 환자군으로 구성되었다. 평균 6.4제(범위, 4-10)가 병합투여되었는데, PZA는 43.9%, 리네졸리드는 80.5%, 퀴놀론제와 주사제가 각각 75.6%에서 동시 투여되었다. 당뇨가 34.2%에서 동반되었다. 투여 24주째 배양음전율은 88.3%였고, 소요기간은 63일이었다. 투여 120주째 치료결과는 70.7%의 치료성공률(cured 25, treatment completed 4, failed 4, reverted 2, died 3, transferred out 1, loss to follow up 1, still on treatment 1)을 보였다. 배양 음전 기간이 연령이 높을수록 낮은 연령보다 0.9배 짧아지고, 흉부 엑스선상 양측성 병소가 일측성보다 4.4배, 공동이 있는 경우가 없는 경우보다 14배, 간질환이 있을 때가 없을 때보다 9.7배 더 기간이 소요되었다. 총 4명(9.8%) 환자에서 QTc-F 간격이 증가하였지만, 그외 심각한 부작용은 관찰되지 않았다. 결론: 평균 8.8개의 내성약제가 있는 다제내성 및 광범위약제 내성 결핵환자 41명에게 베다퀼린을 병합처방한 결과, 투여 24주째에 88.3%의 배양 음전율과 투여 120주째 70.7%의 치료성공률을 보여 효과적이고 안전한 약제임을 알게 되었다.

        • 흉막유출 환자에서 M30 (Caspase-cleaved Cytokeratin 18)의 의의

          정윤정,이규성,정우영,박주헌,이미연,이혜림,김영선,신승수,황성철,이기범,박광주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2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14 No.-

          배경: 상피세포의 apoptosis 표지자인 M30은 종양을 비롯한 여러 가지 질환의 평가에 있어서 유의한 지표로 알려진 바 있다. 여러 원인에 의한 흉막삼출 환자에서 임상적 의의를 평가하고자 하였다. 방법: 총 79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다. 원인질환은 폐암 24명, 결핵성 흉수 28명, 부폐렴 흉수 15명, 여출액 12명이었다. 환자의 혈청 및 흉수에서 M30의 농도를 ELISA법으로 측정하였다. 결과: 1. 결핵성 흉수에서 M30은 2632.1±1467.3 U/mL로서 다른 군보다 유의하게 높았으며 (p<0.01), 폐암 (956.5±618.5 U/mL) 및 부폐렴 흉수(689.9±413.6 U/mL)에서 여출액 (273.6±144.5 U/mL)보다 유의하게 높았다. 2. 혈액 M30은 여출액에서 타군보다 낮았으나 삼출액내에서는 각 군간에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3. M30의 흉수/혈액 비는 결핵성 흉수에서 26.3±23.6으로 폐암(9.1±12.0), 부폐렴 흉수(6.1±5.3), 여출액(2.3±1.7)보다 유의하게 높았다. 4. 흉수 M30 농도는 흉수 단백질(r=0.45), 총세포수(rs=0.32), 림프구(rs=0.52), ADA (rs=0.38) 등과 유의한 상관성이 있었다. 5. ROC 분석 결과 결핵성 흉수 M30의 AUC는 0.93로 나타났다. 6. 흉막 조직에서 M30으로 면역화학염색을 시행한 결과 폐암에서는 흉막 조직 내 암세포에서, 결핵에서는 육아종 내 상피양세포에서 핵 및 핵주위에 과발현되어 나타났다. 결론: 흉막삼출 환자에서 M30은 혈액보다 흉수에서 높았으며, 특히 결핵성 흉수에서 가장 현저한 증가를 보여 흉수의 진단과 평가에 있어서 유용한 보조적 지표로 이용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흉막 조직에서 M30으로 면역화학염색을 시행한 결과 폐암에서는 흉막 조직 내 암세포에서, 결핵에서는 육아종 내 상피양세포에서 핵 및 핵주위에서 과발현되어 흉수 내 M30의 근원임을 알 수 있었다.

        • F-166 호흡기질환으로 입원한 환자들의 혈청 셀레늄 농도와 관련된 인자들에 대한 전향적 관찰 연구

          박순민,이석정,이명규,리원연,용석중,김상하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6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21 No.-

          목적: 혈청 셀레늄 농도는 중증환자에서 건강한 사람으로 이루어진 대조군에 비해 낮다. 그러나 호흡기질환의 중증도에 따른 혈청 셀레늄농도의 차이에 대한 자료는 없다. 호흡기질환으로 입원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낮은 셀레늄 농도와 연관성을 보이는 요소들을 밝히고자 하였다. 방법: 중환자실과 일반병실에 입원한 호흡기질환을 가진 83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전향적 연구를 수행하였다. 낮은 혈청 셀레늄 농도와 관련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변수로서 전신염증표지자(C반응성단백, 프로칼시토닌), 영양지표(림프구, 알부민), 예후예측인자(APACHEⅡ점수) 등을 선정하여 측정값을 얻었다. 성적: 중환자실 환자군(70.0±26.4 ng/mL)은 일반병실 환자군(97.9±20.8 ng/mL)에 비해 입원시 셀레늄 농도가 28% 낮았다(P<0.001). 영양지표로서 확인한 림프구(R2=0.107, P=0.005)와 알부민(R2=0.174, P<0.001)의 감소는 혈청 셀레늄의 감소와 상관관계가 있었다. 낮은 셀레늄 농도는 C반응성단백의 증가(R2=0.059, P=0.041) 및 APACHEⅡ점수의 증가(R2=0.209, P<0.001)와 상관관계가 있었다. 낮은 알부민 농도(P=0.032)와 높은 APACHEⅡ점수(P=0.046)는 낮은 혈청 셀레늄 농도와 다변량분석에서 의미 있는 상관관계를 보였다. 결론: 호흡기질환을 가진 환자에서 낮은 혈청 셀레늄 농도는 불량한 영양상태 및 불량한 예후와 의미 있는 상관관계가 있다.

        • F-26 Preliminary favorable outcome by use of Bedaquiline for treatment of multidrug-resistant and extensively drug resistant tuberculosis

          서해숙,김종경,홍재락,서정은,조영수,권오우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6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 초록집 Vol.121 No.-

          목적: 40년만에 다제내성결핵 치료제로 개발승인된 `베다퀼린`의 세균학적 치료효과와 부작용을 평가하고자 하였다. 방법: 2014년 12월부터 2016년 9월사이에 베타퀼린을 투여받은 다제내성 결핵 및 광범위약제내성 결핵환자를 대상으로 후향적 코호트 연구를 수행하였고, 베다퀼린 치료 6개월째의 배양음전 여부, 베다퀼린 종료이후 경과와 부작용 등을 평가하였다. 성적: 해당 기간 동안에 총 42명에게 베다퀼린이 투여되었는데, 서튜러 6개월 복용을 종료한 환자는 22명이었다. 이들 중 다제내성 결핵환자는 12명(54.5%), 광범위약제내성 결핵환자는 10명(45.5%)이었다, 감수성 약제 수는 평균 5제(범위, 0-7)였고, 베다퀼린은 평균 4제(범위, 3-6)의 다른 항결핵제와 투여되었는데, 리네졸리드도 15명(68.2%)에서 동시에 투여되었다. 베다퀼린 투여 시작 시 배양 양성이었던 환자의 6개월째 배양음전이 19명(86.4%)에서 나타났다. 도말 음전에 소요된 시간은 평균 79일(범위, 18-135일)이었다. 배양 음전과 연관된 독립변수는 퀴놀론을 처방받은 경우, 3회 이상 불규칙 복약한 경우, 흉부 엑스선상 공동이 다발성으로 존재하지 않는 경우였다. 총 2명의 환자에서 QT 간격이 증가하여 중지하였으나, 1명(4.5%)의 환자에서만 베다퀼린을 중지하였고, 그외 심각한 부작용은 관찰되지 않았다. 베다퀼린 투여기간 동안 결핵에 의한 사망이 2명에서 나타났고, 4명이 전원되었고, 베다퀼린 투여 종료 이후에 2명에서 배양 양전되었다. 결론: 다른 항결핵제에 추가하여 6개월간 베다퀼린을 병합치료한 결과, 치료가 매우 어려운 다제내성 결핵 및 광범위내성 결핵환자에서 높은 배양 음전율을 보여주었고, 부작용 발생률은 낮은 안전한 약제임을 알게 되었다.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