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표준육계사의 지붕을 활용한 태양에너지 설비 타당성 분석에 관한 기초 연구

          김진현(Kim Jin-Hyun), 정성진(Jung Sung-Jin), 김태욱(Kim Tae-Wook), 최준학(Choi Jun-Hak), 하유신(Ha Yu-Shin) 한국태양에너지학회 2014 한국태양에너지학회 논문집 Vol.34 No.4

          In order to reduce greenhouse gas emissions in recent agricultural energy and increase the energy self-sufficiency rate of each farmer, it is extremely important to expand the supply of solar energy using unused space of agricultural facilities, roof. This study surveyed and analyzed the environmental and administrative factors such as problems according to the structure, azimuth and latitude of broiler houses and stability of standard broiler houses required to use broiler house roof based on the poultry houses in Sangju-si. The results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55.6% of the solar energy facilities of according to the classification of arable lands of broiler houses were available, and 31.7% of them were available by classifying according to the azimuth. However, 20.6% of them were available in the survey considering all the arable land and azimuth. In the roof inclination of the broiler houses, from 20 to 25° was the most common, 30 broiler houses. The broiler houses with the roof inclination more than 20° accounted for 63% of the total. It was considered that the inclination was generally proper. In the structural safety, only 3 broiler houses that were constructed as a standard broiler house were available. In practice, all but one broiler house was inappropriate to expand the solar energy project using roof. The solar thermal facility weighed 63.6 kg/㎡ in total: the frame and solar thermal collector weighed 27.8 kg/㎡ and 35.8 kg/㎡, respectively. The standard broiler house required to be internally reinforced. This study suggested a plan for internal reinforcement and a feasible plan because there were problems with structural safety when installing solar thermal and photovoltaic systems.

        • KCI등재

          1인 가구 특성이 주거유형 및 주거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김진현(Kim, Jin Hyun), 김형주(Kim, Hyung Joo) 한국도시행정학회 2017 도시 행정 학보 Vol.30 No.3

          1인 가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현실에서 의식주 중 가장 중요한 주거문제에서는 아직도 1인 가구 특성을 반영한 주택공급이나 주택 정책이 심도 있게 다루어지지 않고 있다. 따라서 1인 가구의 증가가 주택시장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 주거유형이나 주거만족도 측면에서 심도 있는 연구가 요구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1인 가구 특성이 주거유형과 주거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을 설문조사를 통해 구조방정식모형(SEM)을 설정해서 실증분석했으며,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1인 가구 특성을 1차 요인과 2차 요인의 위계적 2차 요인모형(hierarchical factor model)으로 설정 분석하였으며, 1인 가구 특성은 인구적 요인, 경제적 요인, 입지적 요인의 Higher Order 개념이라는 점이 밝혀졌다. 둘째, 1인 가구 특성과 주거유형 및 주거만족도의 연구가설을 검증한 결과 모두 유의성이 있는 것으로 판명되었으며, 모든 잠재요인의 경로 방향이 정(+)의 방향으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2017년 이후에도 가구 구조는 1인 가구 중심이 될 것으로 예상하는 가운데, 1인 가구 특성이 주거유형과 주거만족도에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인과관계가 있음을 분석을 통해서 확인하였다. 연구결과를 종합해 보면 1인 가구는 1인 가구를 결정하는 여러 가지 특성들이 있으므로 1인 가구의 특성에 맞게 주택형태, 점유형태 및 주택규모 등이 달라져야 한다. 1인 가구 특성에 맞게 주거유형이 달라져야 주거만족도가 높아질 수 있다. 본 연구는 1인 가구 증가에 따른 가구 구조 변화에 효과적인 대응으로 향후의 주택공급과 주택정책 방향이 어떻게 달라져야 할 것인가를 제시하고자 한다. This research is made through questionnaire survey from some one person households regarding the influence which a single-household has made on the type of housing or housing satisfaction. And its result follows as below. First, we analyse the characteristics of single household into the 1st factors(populational factor, economical factor, locational factor) and the 2nd hierarchical factor model. Secondly, at the result of verifying the research model and hypothesis of the characters of single household, its housing type and housing satisfaction, they appear to be significantly related, the direction of all of potential factors are + forwarded. Thirdly, in the expectation that single household will become mainstream in our future household structure, it"s verified by way of overall research model and the analysis of research hypothesis that the character of single household directly or indirectly has an effect on the type of housing and housing satisfaction. In conclusion of this research, as a single household has different factors to determine its characters so its type, size and occupancy of housing should be accordingly different. And also the fact that the research reveals the type of housing should be changed to increase satisfaction of one person household means significant academically and practically.

        • KCI등재

          四時에 따른 處方 加減에 관한 考察

          김진현(Kim Jin-hyun), 엄동명(Eum Dong-myung), 김상균(Kim Sang-kyun), 김철(Kim Chul), 예상준(Yea Sang-jun), 송미영(Song Mi-young) 대한한의학원전학회 2009 대한한의학원전학회지 Vol.22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Objective : We try to find out the literature and clinical evidences of seasonal formula through the analysis of the addition and subtraction of medical herbs in the formula according to the season. Method : In this study, we analyzed 122 seasonal prescriptions from 『Dong-uibogam(東醫寶鑑)』, 『Bang-yakhappyeon(方藥合編)』, 『Jeongchijunsueng(證治準繩)』, 『Dangyesimbeop(丹溪心法)』, 『Uihakimmun(醫學入門)』, 『Uihakjeongjeon(醫學正傳)』, 『Gyeong-akjeonseo(景岳全書)』 and 『Taepyeonghyeminhwajegukbang(太平惠民和劑局方)』. Results : In spring, pungent-warm herbs such as the dried rhizome of cnidium officinale Makino, the dried root of SEdebouriella divaricata (Turcz.) Schischk. are used. In summer, bitter-cold such as the dried root of Scutellaria baicalensis Georgi, the dried rhizome of Coptis chinensis Franch. or pungent herbs such as the dried aerial part of Elsholtzia splendens Nakai, the dried ripe seed of Dolichos lablab L. are added. In fall and winter, pungent-bitter-hot herbs such as the dried ripe fruit of Evodia rutaecarpa Benth., the dried rhirome of Zingiber officinale Rosc. are used. Conclusions : In this paper, we have shown that several medical herbs could be added and subtracted in the formula according to the season because they have the seasonal characteristic Gi or treat seasonal pathogens.

        • KCI등재

          응급전문간호행위에 대한 건강보험 상대가치 수가개발 및 경제성 평가

          김진현(Kim, Jin Hyun), 김경숙(Kim, Kyung Sook), 김미원(Kim, Mi Won), 이경아(Lee, Kyoung-A) 한국성인간호학회 2013 성인간호학회지 Vol.25 No.3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perform an economic analysis and estimate the fee for the practices that carried out by Emergency Nurse Practitioner (ENP) using relative value scale (RVS) and its conversion factor. Methods: First, we developed ENP's RVS for 25 advanced nursing services based on ENP's workload and its time spent by survey. A cost analysis was performed to evaluate the conversion factor of ENP's RVS. The share of ENP's contribution to fee-for-service in emergency setting was also analyzed. Results: Calculation of the RVS of 25 advanced nursing practices showed a range of points from 73.4 to 296.3 and an average of 145.1 points. The relevant conversion factor for advanced nursing practices among ENP was estimated at 12.2~15.9 won. The contribution rate of ENP's advanced nursing practices in the relative value scale of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was estimated at 13.1~17.0%. Conclusion: The practices of ENP are not compensated separately and its reimbursement is usually included in physician fee. An estimation of nursing fee and an independent fee related to ENP's services shows the contribution rate to total revenue. It suggests that emergency nurse practitioners be considered as a revenue source the in emergency room.

        • KCI등재

          증례 : 동종 조혈모세포 이식 후 발생한 호산구 근막염(Eosinophilic Fasciitis)

          김진만 ( Jin Man Kim ), 김진현 ( Jin Hyun Kim ), 김민경 ( Min Kyung Kim ), 강성욱 ( Seong Wook Kang ), 조덕연 ( Deog Yeon Jo ), 유인설 ( In Seol Yoo ), 송승택 ( Seung Tak Song ) 대한류마티스학회 2011 대한류마티스학회지 Vol.18 No.1

          Eosinophilic fasciitis (EF) is a relatively rare disorder characterized by eosinophilia of the peripheral blood and inflammation of fascia and skin. The etiology of EF is unknown but it can precede or occur concomitantly with hematologic disorders including malignancy. EF can rarely occur after bone marrow transplantation and is a feature of chronic graft-versus-host disease (cGVHD). We report a 49-year-old man who developed EF as the first manifestation of cGVHD after allogeneic hematopoietic stem cell transplantation (AlloHSCT).

        • 빠른 젖물리기 프로그램이 모유수유 실천율에 미치는 영향

          김보열 ( Bo Yeoul Kim ), 김진현 ( Jin Hyun Kim ) 서울대학교 간호과학연구소 2013 간호학의 지평 Vol.10 No.2

          병원분만이 보편화된 현대에서 병원은 첫 모유수유를 하는 장소이며, 모유수유 관련 전문가와 지원인력을 만나는 곳이다. 본 논문은 병원과 의료인이 모유수유 성공을 위해 분만 후 빠른 시간 내에 시작하는 젖물리기 프로그램이 산욕기 초기 모유수유 실천에 미치는 효과를 파악하기 위해 시도되었다. 자료수집은 자료수집기간으로부터 후향적으로 분석 대상자를 선정하였다. 자료수집이 이루어진 S대학교병원은 모유수유 실천운동을 시작한 이래 적극적으로 빠른 젖물리기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있어 비시행군 분석 대상자수가 적어 분석대상 기간이 길므로 시행군 분석 대상 선정 시기를 비시행군 대상 선정 시기와 맞추기 위해 1개월 단위로 배분하여 표집하였다. 인구 사회적 특성 및 의학적 특성과 모유수유 실천율과의 상관관계를 확인한 결과 신생아의 이상 유무와 1분후 Apgar score, 5분후 Apgar score 세 변수들이 모유수유 실천율과 상관관계를 갖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빠른 젖물리기 시행군과 비시행군의 모유수유 실천율에 차이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t-test를 실시한 결과 두 그룹간의 모유수유 실천율 사이에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p<.01). 빠른 젖물리기 시행 여부 변수 이외의 두 그룹 간 차이가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난 마취형태, 신생아 이상 유무, Apgar score 등의 외생변수를 공변량으로 처리하여 분석한 결과, 이 변수들은 모유수유 실천율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두 그룹 간 모유수유실천율의 차이는 빠른 젖물리기 시행 여부에 의해 나타난 결과이지, 외생변수에 의해 영향을 받지 않았음을 알 수 있다. 빠른 젖물리기 시행군의 입원 중 총 모유수유 실천 백분율은 73.3%, 비시행군의 입원 중 모유수유 실천백분율은 32.6%로 시행군의 모유수유 실천율이 비시행군에 비해 2배 이상 높은 것을 알 수 있다. 이는 모유수유 비실천군이 실천군보다 산후 첫 주간의 모유량 부족 증후군의 점수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는9,15) 연구결과를 뒷받침하므로 모유량 부족 증후군 예방을 위해서는 분만 후 되도록 빠른 시간 내에 젖물리기를 시행하여 산욕기 초기부터 모유수유 실천율을 향상시켜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빠른 젖물리기 시행 여부가 모유수유 실천율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회귀분석을 실시한 결과, 빠른 젖물리기 시행 여부가 통계적으로 유의한 것으로 나타났다(p<.01). 본 연구의 결과는 건강한 아기의 빠는 반사(sucking reflex)가 출생 후 30분~1시간 이내에 가장 강하게 일어나며, 태어난 직후 분유병의 젖꼭지를 빨기 전에 빨리 엄마젖을 물리면 아기에게 빠는 방법이 뇌에 각인되어 젖 무는 방법을 잊지 않게 되므로 분만 후 젖의 양에 상관없이 아기가 태어나면 가능한 빠른 시간 내에 젖을 물려야 한다는13,16,17) 선행연구결과와 그 맥을 같이 한다. 모유를 빠는 방법과 분유병을 빠는 방법은 다르다. Kim,18) Franz과 Fleiss19)의 연구에 의하면 아기가 우유병이나 노리개 젖꼭지를 한 번이라도 빤 이후에는 우유병 꼭지에 익숙해져 엄마의 유두를 빠는데 어려움을 느끼고 효과적으로 빨지 못해 결국은 모유수유에 실패하게 된다. 그러므로 아기에게는 엄마 젖만을 먹일 것을 권장하고 있다.13) 출생 시부터 아기가 자주, 효과적으로 젖을 빨아 유방을 비우면 젖량은 충분하게 생산되므로 젖량이 부족한 경우는 드물다. 분만 후 모유수유를 빨리 시작하고 첫 모유수유가 성공적이었던 경우에 모유수유 기간이 길었다.13) 의료인의 무관심으로 인해 모유수유에 성공할 수 있는 기회를 잃게 하지 않으려면 모유수유를 하고자 하는 산모에게 실제로 출산 후 겪게 될 여러 가지 문제 즉, 유방의 문제와 젖량 부족으로 인해 수유 시 겪게 되는 어려움을 미리 예방하기 위한 도움을 준다면 모유수유 시작부터 자연스럽고 원활한 수유실천과 지속적인 모유수유 성공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Kurinij와 Shiono20)의 연구에서는 분만 후 병원 입원기간에 인공수유를 보충 받은 아기의 38%가 모유수유 지속기간이 더 짧다는 결과가 보고되었다. 그러므로 산모에게 모유분비기전과 지식을 습득하게 하여 모유수유에 성공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갖도록 되도록 빨리 도와줌으로서 모유수유 실천율과 지속률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다.21) 분만 후 2~3일간의 젖 분비는 젖 빨기(sucking)에 의해 자극받는데 젖 분비가 일어난다 하더라도 아기가 젖을 빨지 않으면 수일 내로 젖 생산은 중단되며,22) 분만 후 모유수유에 대한 경험의 정도가 모유수유의 성공과 기간에 유의한 영향을 준다23)는 연구결과에 근거하여 분만 직후부터 빠른 젖물리기를 시작하여 의학적 사유가 있는 부득이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완전 모유만을 먹이도록 의료원들이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할 것이다. Kim16)의 연구에 따르면 성공적인 모유수유를 하기 위해서는 산후 2주 동안이 가장 중요하며, 이 시기의 사소한 좌절과 실수는 모유수유 정착에 장애가 된다고 지적하였다. Sohn24)의 연구에서도 대상자들은 모유수유의 가장 어려운 시기로 산후 1주일(71.6%)을 제시하였는데, 이때의 어려움으로 인해 출산 1개월 이내에 모유수유를 포기하거나 혼합수유를 시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산욕기 초기 인공수유 보충에는 병원 분위기 즉, 의료진과 정책, 그리고 산모의 모유수유에 대한 신념이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 과거에는 분만 방법에 의해 모유수유율이 달라진다는 연구결과들이 제시되었으나 분만 후 의료 요원의 산모에 대한 수유지도가 초기 모유수유 시작에 더 유효한 요인임이 밝혀졌다.17) 본 연구에서 빠른 젖물리기 시행군의 입원 중 총 모유수유 실천율은 73.3%로 비시행군의 입원 중 총 모유수유 실천율 32.6%에 비해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빠른 젖물리기 시행군은 영아 영양 분류체계의 Ⅱ군에 해당하는 모유수유 실천을 보이고 있다. 의료인의 무관심으로 인해 모유수유에 성공할 수 있는 기회를 잃게 하지 않으려면 모유수유를 하고자 하는 산모에게 실제로 출산 후 수유 시 겪게 되는 어려움을 미리 예방하기 위한 도움을 준다면 모유수유 시작부터 자연스럽고 원활한 모유수유 실천과 지속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본 연구에서 출산 후 빠른 시간 내에 시작하는 젖물리기에 의한 차이가 확인되었으므로 빠른 젖물리기 프로그램의 적용과 확산을 통해 출산 후 모유수유 실천율 향상을 위한 간호중 재 전략으로 개발하여 실무에서 사용하도록 제언한다. Purpose: This study sought to identify how initiating breastfeeding soon after birth affected breastfeeding practice. Methods: The subjects were mothers and newborns in Seoul`s S. University Hospital maternity unit who elected to breastfeed. They were divided into an experimental group, which practiced an "early latching-on program" (latching-on within 30 minutes after birth), and a control group, which did not. Both groups` daily frequencies of breastfeeding and supplementary-glucose or bottle feeding were recorded. Results: The correlation between socio- demographic and medical characteristics and the breastfeeding rate was examined; 3 variables showed statistical significance: neonatal health anomaly, Apgar score after 1 minute, and Apgar score after 5 minutes. The difference in breastfeeding rates between the two groups was clear: the experimental group`s rate was 1.93, while the control group`s was 3.76 (t-statistic difference: 14.865), with the experimental group`s rate during hospitalization being twice that of the control group (73.3% and 32.6%, respectively).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assessing the influence of the latching-on program yielded a t-statistic of -4.735 and a p-value of .000, indicating statistical significance. Conclusion: An early latching-on program`s positive effect on the breastfeeding practice of mother`s of newborns was demonstrated. Therefore, an early latching-on program could be a practical and effective nursing intervention for after mothers give birth.

        • KCI등재
        • KCI등재

          바이오매스로부터 파클리탁셀 회수를 위한 전통적 용매 추출, 마이크로웨이브를 이용한 추출, 초음파를 이용한 추출 방법 비교

          김진현,Kim,,Jin-Hyun 한국화학공학회 2020 Korean Chemical Engineering Research(HWAHAK KONGHA Vol.58 No.2

          본 연구에서는 바이오매스로부터 파클리탁셀 회수를 위한 전통적 용매 추출(conventional solvent extraction, CSE), 마이크로웨이브를 이용한 추출(microwave-assisted extraction, MAE), 초음파를 이용한 추출(ultrasound-assisted extraction, UAE) 방법을 비교하였다. 추출 용매 종류(아세톤, 클로로포름, 에탄올, 메탄올, 메틸렌 클로라이드)에 따른 영향을 조사한 결과, 메탄올이 모든 추출 방법에서 가장 적합하였다. 메탄올을 이용한 MAE와 UAE의 경우, 단 1회의 추출로 대부분의 파클리탁셀 회수(>95%)가 가능하였다. 또한 MAE와 UAE의 경우 추출 온도(25-45 ℃), 마이크로웨이브 파워(50-150 W), 초음파 파워(180-380 W)의 증가에 따라 파클리탁셀 회수율이 증가하였다. 또한 SEM 분석을 통해 바이오매스 표면을 조사한 결과, 표면 구조가 CSE의 경우에는 조금 주름진 형태를 보인 반면 MAE와 UAE의 경우에는 강한 충격으로 매우 거칠고 파괴된 형태를 보였다. In this study, conventional solvent extraction (CSE), microwave-assisted extraction (MAE), and ultrasound-assisted extraction (UAE) were compared for the recovery of paclitaxel from biomass. As a result of investigating the effect of the extraction solvent type (acetone, chloroform, ethanol, methanol, methylene chloride), methanol was the most suitable for all extraction methods. In the case of MAE and UAE using methanol, most of the paclitaxel (> 95%) was recovered by only one extraction. The recovery rate of paclitaxel increased with the increase of extraction temperature (25-45 ℃), microwave power (50-150 W), and ultrasonic power (180-380 W) for MAE and UAE. In addition, SEM analysis showed that the biomass surface structure was slightly corrugated in CSE, while in the MAE and UAE, it was very rough and destroyed by strong impact.

        • KCI등재

          仁嶽 義沾의 一心觀 硏究

          김진현(Kim, Jin-Hyun) 불교학연구회 2011 불교학연구 Vol.30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인악의 근본적인 가르침은 마음에 있었다. 인악은 온갖 敎와 禪의 궁극도 결국은 자신의 마음자리를 밝히는 것으로 귀일된다고 했다. 그 마음은 누구에게나 태어나면서부터 갖추고 있으며, 그 작용은 우주의 삼라만상을 움직이는 근본이다. 때문에 모든 사람은 원만하고 청정한 마음을 떠나서는 단지 허송세월만 할 뿐이라고 질책 했다. 인악의 일심을 화엄의 性起的 일심과 頓悟 일심의 두 가지 방향으로 살펴 볼 수 있다. 첫째, 기존 화엄가들은 청량이 ‘대방광불화엄경'의 제목 일곱 字를 인과ㆍ연기ㆍ이실ㆍ법계ㆍ부사의로 풀이한 관점을 수용해 왔다. 이에 대해 인악은 『화엄경』에서 설해진 내용은 진리와 지혜를 벗어나지 않고, 진리와 지혜는 마음을 벗어나지 않으며, 이 마음은 일체중생이 매일 쓰는 것이라고 했다. 이를 보면 인악은 청량에 비해 禪的이고 소탈하면서 현실적으로 화엄을 풀이했음을 알 수 있다. 또 인악은 청량이 부처는 청정하고 중생은 오염되었다고 차별한 것에 이견을 보였다. 그래서 ‘마음은 비록 일체의 형상이 아니나 일체가 된다'고 하여 마음과 부처 및 중생은 본체에서 각기 달리 드러난 것에 불과한 것으로 보았다. 또한 ‘합해서 말하면 만법이 모두 일심'이라고 하면서도 ‘나누어 말하면 법마다 각기 일심을 갖추고 있다'고 하여 하나와 다수에 자재한 ‘현상과 현상이 걸림없는' 입장을 보였다. 인악은 이러한 본래 마음을 바탕으로 한 공부 방법으로 참선 수행을 강조했다. 둘째, 이러한 마음에 밝으면 만법에도 밝아 저절로 드러난다. 마음을 깨달으면 모든 것이 거울을 대한 듯 하고, 마음에 미혹하면 모든 것이 담장을 대한 듯하다. 만법을 알고자 한다면 마음을 먼저 밝혀야 할 것이다[欲達萬法 先明一心]. 인악은 이러한 경지를 頓悟로 규정했다. 마음에 밝다는 것은 바로 조사가 서쪽에서 온 뜻을 파악한 경지이기도 하다. 강물과 같은 맑은 마음을 찾기 위한 구체적 선수행법으로 인악은 [눈ㆍ귀ㆍ코ㆍ혀ㆍ몸ㆍ의식] 여섯 가지 감각기관을 제어할 것을 제시했다[面壁要先閉六窓]. 또한 밖을 제어하고, 안을 안정시킴으로써 욕심이 적어지면 마음은 저절로 맑아질 것이라고 했다. 진짜 부처는 바로 마음속의 쓸데없는 것을 버린 무심한 상태라고 할 수 있겠다. 지금까지 살펴본 이러한 인악의 一心觀은 당대뿐만 아니라 오늘날에도 면면히 계승하여 수행자의 지침을 삼을 만한 가치가 있다고 여겨진다. In-Ak's fundamental teachings concerned the mind. He argued that the ultimate of all Gyos and Seons should eventually come down to illuminating one's mind. The mind is what everyone is born with, and its operations are the essence to understanding to the workings of everything in the universe. He thus criticized those who left a well-round and pure mind behind by idling years away. His Ilshim can be examined in two directions, namely the Seonggi mind of Hwaeom and the sudden enlightenment mind. First, the old Hwaeom people accepted the perspective of interpreting the seven letters in the title of “Daebanggwangbulhwaeomgyeong” as Ingwa, Yeongi, Ishil, Beopgye, and Busaui by Cheongryang. Regarding the subject, In-Ak said that the content discussed in Hwaeomgyeong was limited to the scope of truth and wisdom, that truth and wisdom was limited to the scope of the mind, and that the mind was used by all beings. It is thus estimated that In-Ak took a more Zen, informal and realistic approach towards the interpretations of Hwaeom than Cheongryang. He also had a different position from Cheongryang who argued that Buddha was pure while people were contaminated. He saw that the mind, Buddha, and people were different manifestations of the same force, insisting that “The minds become the whole even though they are not whole in forms.”In addition, he said that “All laws become one mind when mentioned together” and that “Each law has one mind when mentioned separately,” taking a position that “There are no obstacles between phenomena” in one and many. He placed an emphasis on the practice of Zen Buddhist meditation as a way of study based on such an innate mind. Secondly, when the mind is bright, its owner becomes familiar with every rule, which will naturally reveal itself. When one has a realization in the mind, he or she will see everything as though in a mirror. When one has confusion in the mind, he or she will see everything like the wall. One should thus illuminate his or her mind first if he or she is to know all the rules, which state was defined as sudden enlightenment by In-Ak. Illuminating one's mind represents a level of understanding of why Jo Sa came from west. In-Ak suggested the control of six sensory organs, namely the eyes, ears, nose, tongue, body, and consciousness, as a specific Seon practice method to have a mind that is as clear as the river. He also explained that if one reduces his or her greed by controlling the outside and stabilizing the inside, his or her mind will automatically become clear. True Buddha happens when there is no worldly desire or useless idea on the mind. In-Ak's views on Ilshim discussed so far have been passed down since his days and have values for disciplinants to take as guidelines.

        • KCI등재

          1인 가구 특성에 따른 주거복지정책 연구

          김진현(Kim, Jin Hyun) 한국주거환경학회 2019 주거환경(한국주거환경학회논문집) Vol.17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is study has conducted empirical analysis by applying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after forming latent variables to find out what effects the characteristics of single-person households have on housing welfare policy. Results of the study can be summarized as follow. First, as a result of data reliability and validity check to examine whether the data is appropriate for factory analysis, it has been concluded that the data was appropriate according to KMO and Bartlett's test. Second, when confirmative factor analysis was implemented, it was proved that characteristics of single-person households, housing preference attributes, housing satisfaction, variables of housing welfare policy were acceptable models. The standardized factor loading, on the other hand, showed desirable explanatory power for many variables except for locational and spatial factors. Third, the results of model's goodness of fit met criteria except for Chi-Square Test of Model Fit. Even in the case of C.R. values and standardized factor loading, most variables except for location and spatial factors, demonstrated desirable explanatory power. Fourth, validity of AVE values to secure reasonableness of judgment was also obtained. To summarize the studies, it has been found that differentiated policy is needed for housing welfare policy of single-person household according to housing preference attributes and housing satisfaction and focus should be placed on eight housing welfare policies. The correleation test between characteristics of single-person households and housing welfare policy based on age group (35 years old and 65 years old) shows that there was no effect for the group of 35 years-old or less. It has been concluded that the people in this age group put their priority of life on jobs, marriage, and carrier. On the other hand, for those over 65 years old (seniors), it has been found that characteristics of single-person households do have effects on housing welfare policy. This result agrees with the social trend facing super-aged society.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