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낙뢰 시 대규모 태양광발전소의 개별접지 및 통합접지에 따른 낙뢰 유도 과전압 비교 분석

          이창욱,김재철 대한전기학회 2019 전기학회논문지 Vol.68 No.8

          Photovoltaic Power Plant(PV plant) facilities are attracting the most attention among new and renewable energy power plants, and they have been steadily are growing not only in Korea but also in the world. As the demand for PV Plant installation is continuously increasing, damages to the PV Plant are also increasing due to the lightning induced overvoltage caused by the lightning stroke. In this paper, the maximum lightning induction overvoltages at the critical facility for the Large-Scale PV Plant, (such as transformer, inverter, connection panel and distribution panel) in lightning strikes are compared by grounding systems (Isolation Grounding/Common Grounding) and composition of critical facilities (one critical facility, two critical facility) with simulation utilizing CDEGS.

        • KCI등재

          老子의 脫自我論과 佛敎의 無我論 比較硏究

          이창욱 새한철학회 2020 哲學論叢 Vol.101 No.3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compare and study a dependent relationship between material and desire through Lao-tzu and Buddhism. The Spring and Autumn period was the age that people were recklessly killed and rulers were arbitrary. Lao-tzu elucidated the nature as it is, without being tainted by humans (無爲自然) as the method to take a step back from this reality of the law of the jungle. However, the natural state connotes a path in wise life in the tough world by false consciousness and greed, not escapism or stepping back. awareness and desire for objects (對象) are als Lao-tzu regarded things based on Tao (道) as simple nature as it is and said that the people who emphasize escaping from artificial thought (思考) and follow Tao are frugal as they are the sky and earth because they do not have personal feelings and give themselves over to desire because virtue accumulated. On the other hand, the selflessness theory presented by Buddhism argued that human bodies and senses and all materials are just emptiness (空) that is not actually tangible. Here, selflessness (無我) specifies that selfo unsubstantial because men are also meaningless (無常) with the universe. However, this selflessness cannot simply be considered as the main agent of extinction. That is, it's because it's the main agent of truth that seeks 'enlightenment.' Buddha thought that there are no any ultimate true substances like atman in this world, people realize the truth that all things in the universe (萬象) change, and anguish and desire of ego also repeat change (birth and death) by delay (緣起). This logic includes the points sought by Lao-tzu's natural state theory (無爲論) and the following similarities and differences (同異). Buddhism dissolves (selflessness (無我)) even the main agent (ego) of anguish and desire, while Lao-tzu argued that people should escape from objects of desire in ego from the viewpoint of allocentric ego. So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implications between them. Lao-tzu's natural state theory searched the nature as it is, without being tainted by humans beginning from criticism of hypocrisy and desire of ego in institutionalized society that human freedom and dignity were buried in oblivion, but Buddhism thought that human desire originated from the three poisons (三毒) (desire, craving and greed) by darkness or ignorance. And Lao-tzu thought that things are change by cohesion and extinction of spirits (氣), and Buddhism also perceived them as the existence of change that are actually intangible not being set in stone. In this respect, common directivity of dropping, emptying out, stepping back, and enlightenment were drawn from Lao-tzu and Buddhism. 본 논문은 노자와 불교의 사상을 통해 물질과 욕망의 종속관계에 대하여 비교, 고찰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춘추시대는 전쟁으로 살육이 자행되고 통치자가 전횡을 일삼던 시대였다. 노자는 이러한 약육강식의 현실앞에서 한발 물러서는 방법으로 無爲自然을 설파하였다. 그러나 무위는 현실의 도피나 물러섬이 아닌 인간의 허위의식과 탐욕으로 굴곡진 세계안에서 지혜로운 삶의 길을 내포하고 있다. 노자는 道를 근본으로 하고 사물을 있는 그대로의 소박한 자연으로 보았으며, 인위적인 思考에서 벗어날 것을 강조하고 도를 따르는 사람들은 사사로운 마음이 없어 천지와 같아 검약하고 덕이 쌓여 욕망에 자신을 내맡기지 않는다고 말하였다. 반면 불교에서 제시한 무아론은 인간의 육체와 감각작용 그리고 모든 물질은 그 고정된 실체가 없는 空에 불과하다고 주장하였다. 여기서 無我는 삼라만상과 함께 인간도 無常하므로 자아의 의식과 對象에 대한 욕망 또한 그 실체가 없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무아를 단순히 소멸의 주체로만 볼 수는 없다. 즉‘깨달음'을 추구하는 진리의 주체이기 때문이다. 붓다는 이 세계는 아트만과 같은 궁극의 실체는 없으며, 萬象이 변화한다는 진리를 깨닫고 五蘊으로 구성된 자아의 번뇌와 욕망 또한 緣起에 의해 변화(생멸)를 거듭한다고 보았다. 이 논리는 노자의 無爲論이 추구하는 점과 다음과 같은 同異가 있었다. 불교는 번뇌와 욕망의 주체(자아)조차 해체(無我)한 반면, 노자는 탈자아적 관점에서 자아의 내면에 있는 욕망적 대상에서 벗어날 것을 주장하여 그 함의에 차이가 있었다. 다만 노자의 무위론이 인간의 자유와 존엄성이 망각된 제도화된 사회 안에서 나타나는 자아의 위선과 욕망에 대한 비판의식에서 출발하여 무위자연에 천착하였으며, 불교가 인간의 욕망을 無明에 의한 三毒(탐,진,치)에서 비롯된다고 본 점, 그리고 노자가 사물을 氣의 응집과 소멸을 통한 변화로 보고 불교 역시 사물을 고정불변의 실체가 없는 변화의 존재로 인식한 점에서 놓아버림, 비움, 물러섬, 깨달음이라는 공통된 지향성이 도출되었다.

        • KCI등재

          惠岡 崔漢綺의 氣論과 近, 現代科學의 相關關係 연구

          이창욱 범한철학회 2018 汎韓哲學 Vol.90 No.3

          This research aimed at newly reconsidering(再考) the theoretical insistence on Qi(氣) by comparing the scientific world view of Hyegang Choi Han-gi(1803∼1877) and correlation of modern, contemporary science. Hyegang evaded from neo-Confucianism(朱子性理學) and Gyeonghak(經學), which were universal academic views during the Joseon Dynasty(朝鮮), classified technique(方術), artifice(術數), and transcendence of shamanism and religion as critical subjects, and insisted that his Qi study(氣學) was the study(學) of Yuhyeongjiri(有形之理). Such academic pride revealed cultivation of the fundamental spirit of Confucianism and changed cognitive system by applying the western scientific world view, and he insisted that the reason of everything should be verified through Yuhyeong(有形). Based on such grounds, he insisted on Qi(氣), supposition(推測), and Jeungheom(證驗) of Yuhyeong. This implies that he highly regarded empirical awareness. Also, he was significantly influenced by the western empirical scientific world view. He insisted that Qi(氣) changed through Hwaldongwoonhwa(活動運化), Li(理) was Jori(條理) of Qi(氣), which was autonomous kinetic principle. This way, Hyegang's Qi(氣) of Yuhyeong(有形) consistently proved its reality through modern, contemporary science. Accordingly, this research investigated the reality of Qi based on Hyegang's Qi theory(氣論) and theoretical consistency of the existence of Qi, verified through modern, contemporary theory and test. For this, in the introduction part, this research investigated the result of advanced research which discussed Hyegang Choi Han-gi's scientific world view, developed correlation among Hyegang's Qi theory, substance, energy, and scientific technology, and subsequently investigated the relation between the eastern and western medicine and Qi. This way, mutual investigation of Hyegang's Qi theory and modern, contemporary science implies Hyegang Choi Han-gi's scientific world view and future-oriented insight in respect that his empirical awareness and scientific idea did not stop at a mere philosophical speculation(思辨), and the world view pattern of Qi was consistently verified through modern science. 이 논문은 혜강 최한기(1803∼1877)의 과학적인 세계관과 근,현대과학의 상관관계를 비교,고찰하여 氣에 관한 이론적 주장을 새롭게 再考해보는 것이 근본목적이다. 혜강은 朝鮮의 보편적 학문관인 주자성리학과 경학에서 탈피하고 方術과 術數, 귀신, 무속, 종교의 초월성 등을 비판적 대상으로 분류하고 자신의 기학이 有形之理의 學임을 강조하였다. 이러한 학문적 자긍심은 유학의 근본정신을 함양하는 것과 동시에 서양의 과학적 세계관을 접목하여 변화된 인식체계를 드러내었으며, 모든 사물의 이치는 有形을 통해서만 증명될 수 있다고 말하였다. 그는 이러한 근거로 유형의 氣와 推測 그리고 證驗을 강조하였다. 이는 그가 경험적 인식을 중시하고 있다는 것을 말해주며 서양의 경험과학적 세계관의 영향이 크다고 할 수 있다. 그는 氣가 活動運化를 통해 변화하고 理는 氣의 條理이며, 자생적인 운동원리라는 것을 강조하였다. 이처럼 혜강이 주장한 有形의 氣는 그가 예견한 것처럼 근,현대과학을 통해 그 실체가 지속적으로 증명되기에 이르렀다. 따라서 본 논문은 이러한 혜강의 氣論을 바탕으로 그가 말한 기의 실체를 근,현대과학 이론과 실험을 통해 증명된 기의 존재에 관해 이론적 정합성을 살펴보고자 한다. 이를 위해 서론에서는 혜강 최한기의 과학적 세계관이 논의된 선행연구 결과를 알아보고 혜강의 기론과 물질, 에너지의 관계 및 과학기술의 상관성을 전개하고, 동서의학과 기의 관계에 대해 순차적으로 전개하고자 한다. 이처럼 혜강의 기론과 근, 현대과학의 상호 모색은 그의 경험적 인식과 과학사상이 단순히 철학적인 思辨에 머물지 않았으며, 기의 유형적 세계관이 현대과학을 통해 지속적으로 증명되었다는 점에서 혜강 최한기의 과학적 세계관과 미래지향적인 통찰력을 엿볼 수 있다.

        • KCI등재

          정신분열병 환자에서 얼굴 영상의 작동기억 장애 : 기능자기공명영상연구

          이창욱,김태석,주라형,박주미,박여진,김종진,전신수,배치운,김정진,이수정,이철,백인호 大韓神經精神醫學會 2005 신경정신의학 Vol.44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Objectives : Impaired processing of facial information is one of the broad ranges of cognitive deficits seen in patients with Schi-zophrenia. We aimed to elucidate the differences in brain activities involved in the process of facial working memory between schizophrenic patients and healthy comparison subjects. Methods : Twelve patients with schizophrenia were recruited along with twelve demographically matched healthy volunteers as a comparison group. Functional magnetic resonance imaging (fMRI) was used to assess cortical activities during the Perfor-mance of a 2-back working memory paradigm using images of neutral faces as mnemonic content. Rcsults : The patient group performed the tasks with reduced accuracy. Group analysis revealed that the left fusiform gyrus, the right superior frontal gyrus, the bilateral middle frontal gyri/insula, the left middle temporal gyrus, the precuneus, the quadrangular lobules and the vermis of cerebellum showed decreased cortical activities in the patient group. On the other hand, an increased level of activation in the lateral prefrontal cortex and the pahetal lobule was observed from the patient group, all in the right hemisphere. Conulusion : A decreased level of activity in the left fusiform gyrus among the patient group implicates inefficient processing of facial information. An increased level of activation in prefrontal and parietal neural networks from the patient group confirms earlier findings on the impaired working memory of patients with schizophrenia.

        • KCI등재

          창의력 항샹을 위한 초등학교 국어 교과서 디자인 비교 연구

          이창욱,정홍철 (사)한국커뮤니케이션디자인협회 커뮤니케이션디자인학회 2019 커뮤니케이션 디자인학연구 Vol.68 No.-

          The revised education in 2015 goes through various basic processes, and the design of the textbooks of the first and second graders in the primary language to grasp the learner's level and symbols, the revised curriculum of 2015 in the language arts education I designed the elements of textbook design so that I could understand and learn the characteristics correctly and easily. By comparing textbooks of revision education in 2009 and revised textbooks in 2015 and analyzing them according to design elements of textbooks, it analyzes the elements of textbook design and editing design, and analyzes layout, visual And the color and tampon used in dating. The comparison of the present situation of the editing design used in the revised curriculum in 2015 was compared and analyzed. ased on the editorial design factors derived from verification of their suitability, it was analyzed whether a textbook design could be made that could improve the creativity of learners in the 1st and 2nd grade elementary school groups. The use of bright and soft colors of the visual image elements through their visual image enhancement and various interpretations is a variety of changes in the composition and layout that utilize the plasticity of the typographic system. 2015년 개정교육은 다양한 기초과정을 통해 초등학교 1~2 학년군 국어 교과서 디자인은 학습자의 수준과 기호를 파악하고 2015년 개정교육과정의 국어과 교육 특성을 정확하고 쉽게 이해하며 학습할 수 있도록 교과서 디자인의 요소를 기획 하였다. 2009년 개정 교육과 2015년 개정된 국어교육 교과서 비교 및 교과서 디자인 요소별로 비교 분석하여 교과서 디자인이 가지고 있는 체제와 편집 디자인으로서 요소를 분석 레이아웃, 시각적 이미지 가지고 있는 정보전달의 내용과 교제에서 사용되는 색상 및 타이포그래피로 분류 2015년 개정교육과정에서 사용된 편집 디자인 현황을 비교분석 하였다. 그 적합성을 검증하고 도출된 편집디자인 인자를 기초로 초등학교 1~2 학년군 학습자의 창의력 향상을 유발할 수 있는 교과서 디자인이 이루어졌는지를 분석하였다. 시각이미지를 강조하는 그래픽요소와 다양한 삽화를 통해 시각적 이미지요소를 밝고 부드러운 색상 사용은 조형적 원리를 이용한 구성과 레이아웃의 다양한 변화는 타이포그래픽 사용 가독성을 높이며 국어교과서 교육 과정을 자연스럽게 창의력을 향상을 위한 교과서를 제작 되어야 한다.

        • KCI등재
        • KCI등재후보

          기초디자인 교육의 디자인 확장을 위한 과정 제안에 관한 연구

          이창욱 (사)한국커뮤니케이션디자인협회 커뮤니케이션디자인학회 2011 커뮤니케이션 디자인학연구 Vol.37 No.-

          From current design development, design should have professional and subdivide education because new design come up and alterate everyday as well as try to converge many academical fields. Especially in the circumstances, a large group of university recognized importance of fundamental design courses and tighten up their curriculum that made inattentive subjects as a required subject. The significant start of fundamental design is interpretation in concepts. Visual communication design is basic and apply academical fields with visual language. It is not draw things as same shape but prcess that realize each formative elements with interrelated. New educational methods has proposed continuously from many deaign research institute in fundamental design. The propose of this study is that existing and new design education ways converge as well as adapt to diverse design environment with new media. It makes students learn basic design education easily and systematically 새로운 디자인의 지속적인 등장과 변화, 그리고 많은 분야에 있어 학문적 융합을 시도하는 최근의 디자인 현상 등은 더욱 더 세분화되고 전문화된 디자인교육의 필요성을 보여주고 있다. 최근 많은 대학에서 디자인기초 과정을 개편하며 중요성을 강화하고 있는 현상은 이러한 변화에 상대적으로 소홀했던 기초디자인과목의 중요성의 인식이 점차 증대되고 있기 때문이다. 기초디자인의 중요한 출발은 개념의 해석이다. 기초디자인은 시각디자인에서 있어 궁극적으로 시각언어라는 기초위에 축조되어진 기초학문이다. 사물의 형태를 단순히 그려나가는 것이 아니라 각 조형요소의 상관적 관계에 의하여 인식되도록 해야 함을 필요로 하는 분야이며 과정이다. 다른 디자인 분야의 발전에 비해 다소 미약했던 기초디자인 분야는 최근에 들어 새로운 교육방법이 계속 제안되고 있으나 본 연구는 기존의 기초디자인 교육방법과 다양한 디자인의 원리를 교육방법 시스템으로 융합하여 새로운 매체와 다양한 디자인 환경변화에 적응 할 수 있도록 학습자가 기초디자인 교육을 체계적으로 습득 할 수 있도록 제안하고자 한다.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