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원저 : 태연혈(太淵穴)의 유침 시간에 따른 체온 변화 -적외선체열촬영(赤外線體熱撮影)을 중심으로-

          이봉효 ( Bong Hyo Lee ), 이경민 ( Kyung Min Lee ), 박지하 ( Ji Ha Park ), 김민서 ( Min Seo Kim ), 김산들 ( San Deul Kim ), 박병규 ( Byeong Gyu Park ), 양현동 ( Hyun Dong Yang ), 예성호 ( Sung Ho Yea ), 이호정 ( Ho Jung Lee ), 최재원 ( Jae ) 대한경락경혈학회 2012 Korean Journal of Acupuncture Vol.29 No.2

          Objectives: This study was performed to find the desirable remaining time of needle in the acupuncture treatment. Methods: The 21 volunteers were given acupuncture at LU9 vertically and needles were remained for 2 min, 10 min, 15 min, 30 min, respectively. The thermographic change induced by acupuncture was measured with Digital Infrared Thermographic Image at the following acupoints: LU11, LU10, LU9, LU8, LU5, LU1, and PC7. The statistical significance of thermographi change was evaluated using paired t-test and post hoc Wilcoxon test. Results: The most significant changes after acupuncture were produced when needles were remained for 10 min or 15 min. LU11, LU5, LU1, and PC7 were the point at which all of the remaining time produced significant change commonly. At LU11, the biggest change was produced when needle was remained for 15 min, while at LU5, LU1, and PC7, the biggest change was produced when needle was remained for 30 min, and the smallest change was produced when needle was remained for 10 min at all of acupoints of LU11, LU5, LU1, and PC7. The unbalance between left side and right was decreased the most largely in 15 min group. Conclusions: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that the desirable remaining time of acupuncture needle might be 15 min.

        • Website에 구현된 Wellbeing Trend LOHAS Design에 관한 고찰

          김민서 ( Min Seo Kim ), 전양덕 ( Yang Deok Chun ) 한국정보디자인학회 2006 정보디자인학연구 Vol.9 No.-

          We observe diverse changes in the market environment. as this world is the age of globalization and information. One of the main changes is the simplification, which enables one trend to affect our daily life broadly and to become a trend throughout the world. Since wide-spread internet service and global network made ubiquitous learning and business possible, equalizing consumers` ideology and preference, new trend and life style could be introduced easily. This study stipulates on the theoretical concept of wellbeing consumer and LOHAS consumer. Consumers of LOHAS could be sampled out through pre-questionnaire targeting selected food, clothing, and shelter based companies of both wellbeing and general brands, which tried to measure wellbeing emotion, recognition quotient of emotion and reason, affirmation and negation, mental emotion quotient, and preference in order to find out their value and preference and to ultimately come up with to what web design should be aiming. Conclusions are as followings. First, consumers easily recognize emotional identification from the web pages of wellbeing brand, rather than that of general brands. Second, what web pages of wellbeing brand recognize is reason, not emotion. Third, design of wellbeing brand scored higher than that of general brand in terms of positive aspects such as hospitality and familiarity, and high mental emotion quotient could not affect on the consumers` preference toward web design. Fourth, wellbeing brand wins more preference than general brand does, and preference goes higher after customers` visit web pages basically. Lastly, sampled emotional adjectives toward web designs of wellbeing brands mark aesthetic graph figure, apart from active or stable one. It is expected that this study can serve as a groundwork to create proper strategies to actively involve consumers in industrial sphere.

        • KCI등재

          GATT 제1조의 조의 해석과 적용

          김민서(KIM, Min Seo) 국제법평론회 2012 국제법평론 Vol.0 No.35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is paper deals with the interpretation and application of Article I of the GATT based on the WTO case law. Article I provides that Most-Favoured-Nation Treatment is the general principle of the GATT. While Article I clearly casts a wide net, its scope of application is not unlimited. To determine a violation of Article I, it will be first examined whether there are advantages of the types covered by Article I. Secondly, it will be decided whether the advantages are offered (i) to all like products of all other WTO members and (ii) unconditionally. When examining whether products are like within the meaning of Article I, paragraph 1, WTO dispute settlement organs usually consider the characteristics of the products, their end-use, tariff classification or consumers' tastes and habits. It is generally accepted that the concept of ‘like products' has a different meaning in the different contexts in which it is used. In Japan-Alcoholic Beverages II, the Appellate Body illustrated the possible differences in the scope of the application of the concept ‘like products'. In that case it stated three elements, namely, that the concept of likeness is a relative one that evokes the image of an accordion, that the likeness is therefore determined on a case-by-case basis, that to determine whether products are in fact like always involves an unavoidable element of individual, discretionary judgement which however should not be arbitrary. Spain-Unroasted Coffee and Japan-SPF Dimension Lumber may be good examples for representing this view. What has been said above is why we should pay attention to from whose perspective ‘likeness' will be judged, along with objective factors, such as the characteristics of the products, their end-use, tariff classification or consumers' tastes and habits.

        • KCI등재

          연구논문 : 회계저널; 재량적 발생액의 신용평점 및 재무평점 관련성

          김민서 ( Min Seo Kim ), 오준환 ( Joon Whan Oh ) 한국회계학회 2013 회계저널 Vol.22 No.4

          국내외에서 신용평가제도의 신뢰성 제고방안이 주요 논점이 되고 있는 상황에서, 본 연구는 기업의 재량적 발생액이 신용평가기관이 부여한 신용평점이나 재무평점과 관련성이 있는지를 분석한다. 신용평점은 부실예측모형과 재무평점모형을 결합한 방식으로 다섯 개의 산업별 기업의 자산규모와 재무제표 연속보유기간이 반영된 기업의 재무적 신용도(1-10등급)이다. 반면에 재무평점은 부도율에 영향을 주는 재무변수들을 등급화하여 안정성, 수익성, 현금흐름, 성장성, 활동성등에 따라 각각의 가중치를 부여하는 재무평점모형을 활용하여 산출(1-100점)된다. 본 연구는 경영자가 신용평가기관의 신용평가를 재량적 발생액의 증감을 통하여 재무보고에 반영시키는 지의 여부를 검증한다. 선행연구의 한계점을 보완하여, 본 연구는 신용평가의 제공시점을 기준으로 신용평점이나 재무평점이 전년대비 하락(상승) 했을 때 경영자가 재량적 발생액을 증가(감소)시키는 방향으로 재무보고를 하는지의 여부를 분석한다. 연구결과, 신용평점 및 재무평점의 전년대비 하락은 재량적 발생액과 양(+)의 관련성을 갖는 반면에 신용평점 및 재무평점의 전년대비 상승은 재량적 발생액과 음(-)의 관련성을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신용등급의 변화와 재량적 발생액의 관련성은 신용등급의 변화정도(폭) 및 재량적 발생액의 측정모형별 검증에서도 확인되었다. 즉, 기업의 경영자는 신용등급의 전년대비 변화에 대응하여 재량적 발생액의 증감을 통하여 재무보고의 변화를 가져오는 행위를 하고 있음을 뒷받침하는 실증결과이다. 신용평가사들이 신용등급의 하락변경을 신용등급의 상승변경보다 상대적으로 지연반영(발표)함에도 경영자들은 신용등급의 변화에 대응하여 재무보고를 하고 있음을 확인하는 실증결과이다. As the improvement of credit-rating systems is discussed across nations, this study analyzes whether the firm`s discretionary accruals are related to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by credit rating agencies. The credit score is firm`s financial ratings from 1 to 10 scales which reflect firm`s asset size and consecutive financial period for the five industrial groups, determined in a manner to combine the models of bankruptcy prediction and financial scores. On the other hand, financial score ranges from 1 to 100 scores which reflect firm`s solvency, profitability, cash flow, growth, and activity, determined in an manner to utilize the financial score model by rating and weighting the factors of bankruptcy. This study investigates whether management considers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into financial reporting by means of increasing or decreasing the discretionary accruals. To complement the limits of previous research, this study analyzes whether management increase (or decrease) discretionary accruals when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are dropped (or improved) from last year`s scores. The results show that the drop of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from last year`s scores is positively related to the management`s discretionary accruals, while the improvement of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from last year`s scores is negatively related to the management`s discretionary accruals. These relations are confirmed in the various measurement models of discretionary accruals. This finding suggests that firms react to the changes in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by increasing (or decreasing) the discretionary accruals. Despite the relatively delayed announcement of the dropped scores, compared to the improved scores, by credit rating agencies, the findings support the earnings` management to cope with the changes in the credit and financial scores.

        • KCI등재

          초등학생의 식습관 및 영양 상담에 관한 연구

          김민서(Kim, Min Seo), 정난희(Jung, Lan-Hee), 유난숙(Yu, Nan Sook) 학습자중심교과교육학회 2020 학습자중심교과교육연구 Vol.20 No.1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식습관 및 영양 상담의 특성을 알아보고, 영양 상담 경험에 따른 식습관과 영양 상담에 대한 인식을 분석하였다. 전남지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2014년 11월 10일부터 14일까지 설문지를 통한 자료수집을 하였으며 주요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초등학생의 식습관의 경우 하루 식사 횟수는 3회, 식사량은 적당히 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양 상담에 대한 특성의 경우 영양 상담 경험이 없는 초등학생이 68.8%로 더 많았으며, 영양 상담이 필요하다고 인식하는 초등학생이 57.9%였다 둘째, 초등학생의 영양 상담 경험 유무에 따른 식습관에서는 ‘특정 음식을 먹지 않은 이유' 항목에서만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영양 상담 경험 유무와 상관없이 초등학생은 음식을 선택할 때 맛을 중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초등학생의 영양 상담 경험 유무에 따른 영양 상담에 대한 인식에서는 학생들이 영양 상담을 받아본 적이 없는 이유로, 영양 상담 경험이 없는 학생들이 경험이 있는 학생보다 ‘관심이 없어서'라고 더 많이 답하였다. 영양 상담 경험이 있는 학생들이 경험이 없는 학생들보다 영양 상담을 통하여 식습관의 변화를 더 많이 기대하며, 영양 상담실이 더 필요하다고 하였다.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초등학생들로 하여금 올바른 식습관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초등학생의 영양 상담에 대한 인식을 바르게 갖게 하여 정신 및 신체건강 향상에 도움이 되는 시사점을 제시했다. The purposes of this study were to examine eating habits and nutrition counseling of elementary school students and to analyze the eating habits and perception of nutrition counseling according to whether the subjects have experience in nutrition counseling. Data were collected from elementary school students of the Jeonnam area from the 10th to 14th of November in 2014. The results were as follows. First, as for eating habits, it was revealed that the number of meals per day was ‘Three times' and that the amount of meals was shown to be moderate. Second, a significant difference in ‘Reason for not eating certain foods' showed a significant difference of whether the eating habits were different depending on the presence or absence of nutritional counseling experience. They valued taste when choosing food. Third, as a result of the analyses of perception on nutritional counseling based on whether the subjects have experience in nutritional counseling or not, students with no experience in nutrition counseling answered that they were ‘not interested' more than those with experience regarding the item of reason why they don t have counseling experience . Students with experience in nutrition counseling expect more changes in eating habits through nutrition counseling and need more nutrition counseling rooms than those without experience. The results of the study suggested implications to help improve their physical health by enhancing elementary school students understanding of proper eating habits and giving them the right perception of nutrition counseling.

        • KCI등재

          일개 농촌지역 다문화가정의 이유식에 대한 지식, 태도 및 실천

          김민서(Min-Seo, Kim), 김건엽(Keon-Yeop Kim), 김경나(Kyeong-Na Kim), 김광환(Kwang-Hwan Kim) 한국산학기술학회 2017 한국산학기술학회논문지 Vol.18 No.7

          본 연구는 농촌지역 다문화가정의 이유식 실태와 지식, 태도 등을 살펴보고자 2015년 12월부터 2016년 3월까지 설문조사로 진행되었으며 92명을 최종 대상으로 하였다. 조사내용으로는 가구 및 아기에 대한 일반적인 특성, 이유식 실태, 이유식에 대한 지식, 태도, 실천 등이었다. 이유식 지식 평균점수는 3.79였고, 태도 평균점수는 4.07이었으며, 실천군은 25.0%였다. 이유식 지식에서는 총 자녀수가 2명 이상, 아기 어머니의 학력이 높은 경우, 출신국적이 중국 또는 일본, 한국어 능력이 상급, 아기 아버지의 학력이 높은 경우, 결혼생활 기간이 6년 이상, 아기 할머니와 동거하지 않는 경우, 이유식 주담당자가 아기 어머니인 경우, 이유식 상담 및 교육을 받은 경우에서 높았다(p<0.05). 이유식 태도에서는 총 자녀수가 2명 이상, 아기 어머니 한국어 능력이 상급, 이유식 주담당자가 아기 어머니인 경우와 이유식 상담 및 교육을 받은 경우에서 높았다(p<0.05). 이유식 실천에서는 아기 어머니 출신국적이 일본과 캄보디아인 경우, 직업이 없는 경우, 이유식 주담당자가 아기 어머니인 경우에서 높았다(p<0.05). 이유식 실천에 따른 지식과 태도 점수를 보면, 이유식 실천군에서 지식(p<0.001) 및 태도가 미실천군보다 높았다. 다문화가정의 영유아 이유식 실천을 위해서 우선 이유식 주담당자인 아기 어머니를 대상으로 한국어 능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중요하며, 주변 동료 지지자를 활용해서 이유식과 관련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요구된다. 또한 다문화가정의 문화를 이해하면서 출신국적에 따른 차별화된 맞춤형 교육 및 서비스 제공이 필요하다. Abstracts This study was conducted from December 2015 toMarch 2016 to investigate the knowledge, attitude, and practice of baby foods in rural multi-cultural families. The survey included the general characteristics of households and infants, knowledge, attitude, and practice of baby food. The results indicated that the mean score of baby food knowledge was 3.79, 4.07 for attitudes, and the practice group was 25.0%. In the knowledge of baby food, the groups with a total number of two or morechildren, high educational background for both the father and mother, Chinese or Japanese nationality, high Korean language ability, and marriage for at least 6 or more years was higher (p<0.05). In the attitude of baby food, the groups with a total number of two or more children, a higher mother"s Korean language, and the mother in charge of the baby food were higher (p<0.05). In the case of baby food practice, the groups the baby mother was from Japan and Cambodia, there was no occupation, and the mother was in charge of the baby food were higher (p<0.05). Knowledge and attitude according to the practice of baby food showed a higher knowledge (p <0.001) and attitude in the weaning practiced group than unpracticed. To producebaby food for infants in multi-cultural families, it is important to improve the Korean language ability of infant mothers who are in charge of baby food, and it is necessary to provide correct information related to infant formula utilizing the supporters of the neighboring mothers. In addition, it is necessary to provide customized education and support that is contingent upon the nationality of the native people while remaining mindful of the culturalimplications of multi-cultural families.

        • KCI등재

          알레르기 비염치료에 대한 보중익기탕춘방의 작용 해석

          김민서(Min Seo Kim), 황윤신(Yun Sin Hwang), 채한(Han Chae), 권강(Kang Kwon) 한의병리학회 2018 동의생리병리학회지 Vol.32 No.5

          This study was designed to understand the patho-physioloigcal mechanism of effects of Bojungikitangchunbang on Allergic Rhinitis. The mechanism was examined in three parts of concept of allergic rhinitis, composition of prescription, and concept of ascending and descending principle.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horacic cavity and the abdominal cavity during respiration was also explored. The mechanism of Bojungikgitangchunbang on rhinitis treatment was systematically analyzed from the pathophysiological perspectives, and it was found to treat nose, spleen and lungs related to the ascending and descending principle. The water-dampness and edema causing allergic rhinitis are formed by disturbed ascending and descending mechanism when the Junggi goes down. The Bojungikgitangchunbang eliminates water-dampness and edema by ascending the troubled Junggi.

        • KCI등재

          웰빙 트렌드 로하스(LOHAS)에 나타난 소비자 의식 변화에 따른 웹 디자인 발전방향 분석

          김민서(Kim Min Seo), 전양덕(Chun Yang Deok) 한국디자인학회 2007 디자인학연구 Vol.20 No.3

          세계화 및 정보화 시대에 접어들면서 시장 환경에 많은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인터넷의 보급과 글로벌 네트워크의 등장으로 세계 어디서나 정보 습득과 상거래가 가능해졌기 때문이며, 소비자의 의식수준과 기호를 동질화시켜 새로운 트렌드와 라이프스타일이 동시에 정착되고 있는 것이다. 본 연구에서는 웰빙 소비자와 로하스 소비자의 이론적 개념을 정립해 보았다. 사전 설문조사를 통해 로하스 단계의 소비자를 분류하였으며, 웰빙 브랜드와 일반 브랜드의 의. 식. 주 업체를 선정하여 업체의 웹 디자인을 분석하였다. 이를 통해 로하스 소비자들이 느끼는 웰빙 감성, 감성과 이성의 인지도, 긍정과 부정, 또한 심리적 감성 인지도, 웹 디자인을 통한 선호도 변화를 통해 그들의 가치관과 트렌드를 파악하여 웹 디자인이 나아 가야할 방향을 모색하였다. 연구를 통해 얻어진 결론은 첫째, 소비자들은 웰빙 브랜드의 웹 페이지에서 일반 브랜드의 웹 페이지 보다 웰빙에 대한 감성을 느낄 수 있다. 둘째, 웰빙 브랜드의 웹 페이지에서는 감성보다는 이성을 인지하고 있다. 셋째, 웰빙 브랜드의 웹 디자인이 일반 브랜드의 웹 디자인 보다 호감과 친근감 즉 긍정적인 면에서 좀 더 높은 접수를 얻었으며, 심리적 감성인지가 높아도 웹 디자인에 대한 선호도에 크게 영향을 미치지는 못한다. 넷째, 웰빙 브랜드가 일반 브랜드보다는 기본적인 선호도가 높으며, 웹 페이지를 방문 후 선호도 역시 높았다. 다섯째, 웰빙 브랜드의 웹 디자인을 통한 감성 형용사를 추출한 결과 동적, 정적 어느 곳에 치중하지 않은 약간 심미적인 쪽의 그래프를 표시할 수 있었다. 위의 조사 결과를 통해 앞으로 점차 변화 되어가는 소비자들을 산업적인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이용하기 위한 전략을 세우는 데 작은 기초가 되길 바란다. As the world is in the age of globalization and information, we observe diverse changes in the market environment. Since wide-spread internet services and global networks made ubiquitous learning and business possible, equalizing consumers' ideology and preference, new trend and life style could be introduced easily. This study stipulates on the theoretical concept of the wellbeing consumer and LOHAS consumer. Consumers of LOHAS could be sampled out through pre-questionnaire targeting at selected food, clothing, and shelter based on companies of both wellbeing and general brands. Through this it is attempted to measure wellbeing emotion, recognition quotient of emotion and reason, affirmation and negation, mental emotion quotient, and preference in order to find out their value and to ultimately come up with what web design should be aiming at. Conclusions are as follows: Firstly, consumers easily recognize emotional identification from the web pages of wellbeing brand, rather than that of general brands. Secondly, what web pages of wellbeing brand recognize is reason, not emotion. Thirdly, the design of wellbeing brands scored higher than those of general brands in terms of positive aspects such as hospitality and familiarity, and high mental emotion quotient could not affect the consumers' preference toward web design. Fourthly, wellbeing brands win more preference than general brands do, and preference becomes higher after customers' visit to web pages basically. Lastly, sampled emotional adjectives toward the web designs of wellbeing brands marked a aesthetic graph figure, without leaning toward an active or stable one. It is expected that this study can serve as a groundwork to create proper strategies to actively involve consumers in industrial sphere.

        • KCI등재

          EU 회원국간 양자투자조약과 EU법의 양립가능성

          김민서(KIM, Min-Seo) 대한국제법학회 2012 國際法學會論叢 Vol.57 No.4

          EU 회원국이 EU에 가입하기 전에 기존의 EU 회원국과 체결한 양자투자조약(역내협정)은 EU법의 적용범위와 중첩될 수 있다. 양자투자조약은 자국에 투자하는 상대국의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자본의 자유로운 이전, 공정하고 형평한 대우, 충분한 보호와 보장, 수용, 투자자국가소송제도 등을 규정하고 있는데, 이는 자본의 자유로운 이동, 차별의 금지(또는 평등권), 설립의 자유, 국내법원에 회원국을 상대로 제기하는 소송 등을 규정하는 EU법과 중첩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상충될 수 있다. 특히 양자투자조약에서 보장하는 투자자국가소송제도는 EU법에는 존재하지 않는 제도로 개인에게 국가를 상대로 중재재판을 통해 투자분쟁을 해결할 수 있는 권리를 부여한다. 이는 (양자투자조약의 당사국이 아닌) 다른 회원국의 국민에게는 인정되지 않는 권리를 인정하는 것이기 때문에 EU법의 차별의 금지 또는 평등권 위반의 문제를 제기한다. 게다가 EU법은 EU법의 해석 및 적용에 대한 분쟁을 EU 내에서 해결하도록 회원국에게 의무를 부과하고 있기 때문에, EU법의 적용범위에 속하는 사항에 대해 양자투자조약의 중재재판을 통해 투자분쟁을 해결하는 것은 이러한 의무와 충돌의 소지가 있다. 양자의 상충가능성을 피할 수 없다면 오히려 결론은 간단하다. EU의 사법재판소와 양자투자조약의 중재재판소는 법적으로 독립된 별개의 재판소이기 때문에 각자 자신의 판단에 따라 재판하면 된다. 사법재판소는 EU법의 실효성과 자기완비적 체제를 수호하기 위해 (EU법과 사실상 중첩되는 측면이 있는) 양자투자조약을 EU법과 동일한 주제를 다루는 조약으로 판단하여 EU법 우위의 원칙에 따라 양자투자조약의 효력을 부정할 수 있고, 반대로 중재재판소는 양자투자조약이 동일한 주제를 다루는 조약이 아니라고 판단하여 상반되는 판정을 내릴 수 있다. 그러나 동일한 사안에 대해 상충하는 판결을 초래하는 이러한 경우는 우리가 상상할 수 있는 가장 만족스럽지 못한 결과일 것이다. 바로 이런 이유에서 양자의 양립가능성을 분석하고 평가하는데 본 연구의 목적이 있다. This article deals with the compatibility of intra-EU BITs and EU law surrounding arbitral awards in BITs. Intra-EU BITs are the bilateral investment treaties that EU member states had concluded with other EU member states before the former acceded to EU. Intra-EU BITs and EU law may be overlapped in terms of their scope, which can bring about their incompatibility. In particular the incompatibility can arise with regard to provisions of Intra-EU BITs that confer rights to individuals which do not exist as such under EU law, which conflict with the EU law principle of equal treatment of all EU nationals. In addition the provisions of intra-EU BITs that confer the right on individuals to initiate investor-state arbitration can conflict with the principle of autonomy of EU legal order. Understanding the reasons why intra-EU BITs have given rise to these concerns, this article highlights firstly the legal concerns that arise from the relation and interaction between EU law and intra-EU BITs. Thereafter the general rules on the applicability of international agreements between EU member states under EU law and international law are discussed respectively, focusing in particular on their application in the case of intra-EU BITs. Reaching the conclusion that under international law and EU law the applicability of intra-EU BITs, insofar as relations between EU member states are concerned, depends on their compatibility with EU law, a detailed scrutiny of the comparability of the provisions of intra-EU BITs with EU law is undertaken in the last part of this article.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