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라이프스타일 유형과 주거공간 바닥재 디자인 요인의 상관관계 분석 ‑아파트 거주자 중심으로‑

        김승현,이재영,고영준 인제대학교 디자인연구소 2020 Journal of Digital Interaction Design Vol.19 No.3

        Background : As the changes in users’ lifestyle have influenced their consumption patterns in recent days, lifestyle research is gradually becoming important for understanding and predicting the users’ behaviors. This study investigated the characteristics of main lifestyle of the subjects who are living in the apartments and categorized their lifestyle patterns derived from the investigation, thereby analyzing the correlation between those categorized lifestyles and design factors of floor materials in residential space in order to suggest the basic data on the development direction of design in floor materials considering the lifestyles of users. Methods : first, literature review was performed on the conceptual definition and analysis of lifestyle as well as the changes and characteristics of floor finishing materials from the theoretical perspective. Second, a survey was conducted on the importance of demographic factors, lifestyle, and floor materials design in living spaces, targeting 304 apartment residents in Seoul and Gyeonggi area. Third, the implication was derived through comprehensively analyzing the correlation with regard to preferential factors in the design of floor materials of residential space for each lifestyle pattern using AIO analysis method. Result : The lifestyle patterns of the subjects were categorized into a family-oriented happiness pursuit type, a health-oriented stability pursuit type, and an individuality-oriented practical pursuit type. The ‘family-oriented happiness pursuit type’ valued convenience, brand name, color, pattern and raw material, whereas the ‘individuality -oriented practical pursuit type’ weighted to usability with easy maintenance, color, pattern, raw material, shape and differentiated design. All three groups commonly emphasized an importance of the creativity and aesthetic factor in the design of floor materials in residential space. Conclusion : From a lifestyle analysis on the survey results in this study, three groups with different characteristics could be derived and the thoughts of each group on design of flooring materials in residential space were identified. With this opportunity, it is hoped that the findings of this study would be used as the fundamental data for correctly understanding the trend of rapidly changing consumer market and for developing the design of floor materials reflecting the lifestyle of users. 연구배경 : 최근 사용자의 생활패턴 변화가 소비 행태에 영향을 미치게 되면서 라이프스타일 연구는 사용자 행동을 이해하고 예측하는 데 점차 중요한 영역으로 자리 잡고 있다. 본 연구는 아파트 거주 대상자들의 주생활양식 특성을 조사하고 라이프스타일을 유형화하여 주거공간 바닥재 디자인 요인과의 상관관계를 분석함으로써 사용자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바닥재 디자인 개발 방향성의 기초 자료를 제시하고자 하였다. 연구방법 : 연구를 위해 첫째,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개념적 정의와 분석법, 바닥 마감재의 변화와 특성에 대한 이론적 고찰을 살펴보았다. 둘째, 서울, 경기지역 아파트 거주자 304명을 대상으로 인구통계학적 요소와 라이프스타일, 거주공간 바닥재 디자인 중요도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셋째, AIO 분석법을 통해 라이프스타일 유형별 주거공간 바닥재 디자인 선호 요인에 대한 상관관계를 분석하여 시사점을 제안하였다. 연구결과 : 본 조사의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이 정리할 수 있다. 조사대상의 라이프스타일 유형은 ‘가족중심 행복추구형’, ‘건강중심 안정추구형’, ‘개성중심 실용추구형’으로 나타났다. ‘가족중심 행복추구형’은 편리성과 브랜드, 컬러, 패턴, 소재 등을 중요시하는 반면, ‘개성중심 실용추구형’은 유지보수가 용이한 사용성과 컬러, 패턴, 소재, 형태, 차별적인 디자인이 중요하다고 하였다. 그리고 3개 집단이 공통적으로 주거공간 바닥재 디자인에서 독창성과 심미적 요인이 중요하다고 응답하였다. 결론 : 본 연구의 설문조사를 통한 라이프스타일 분석결과는 각기 다른 특성의 3개 집단으로 도출되어 각각의 유형별로 주거공간 바닥재 디자인 요구에 대한 견해 차이를 분석할 수 있었다. 이를 계기로 급변하는 소비시장 트렌드의 흐름을 정확히 이해하고 사용자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바닥재 디자인 개발 선행연구 자료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

      • KCI등재
      • KCI등재

        미국의 비영리부문에 관한 연구 : 역할과 성격의 변화

        김승현 서울대학교 국제지역원 1997 국제지역연구 Vol.6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미국의 비영리 조직들은 종교조직의 후원아래서 발달하였고 사회경제적 변화와 더불어 하위부문별로 발달하였으며 그 법적 지위는 19세기 후반에야 정립되었다. 교육, 의료, 문화, 사회서비스 등 하위부문에서 비영리조직들은 대개가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면서 당시에는 사회적 수요와 수혜자가 불분명한 영역에 대한 서비스를 주도하였다 이런 과정에서 사회문제와 요구가 분명해지고 이에 대한 사회적 접근이 필요하다는 인식이 광범위하게 확산되면서 정부에 의한 개입이 본격화되었다. 이런 측면에서 볼 때 미국의 비영리조직에 관한 설명은 소위 자발적 조직이 문제해결에 미흡할 경우에 정부조직의 역할이 증대된다는 자발적 실패에 관한 설명이 타당하게 보이지만 1960년대 정부의 복지역할이 커지면서 자발적 조직들도 폭발적으로 증가하였던 추세에 비추어볼 때 정부가 이들 조직을 전달체계로 활용하는 의지도 중요한 변수이다. 문화적 배경외에 정부부문의 정책방향이 갖는 중요성을 고려할 때 비영리부문에 대한 기존의 설명들은 지나치게 단순하며 하위부문별 특성을 고려하지 못하고 있다. 정부보조에 크게 의존하는 의료나 사회적 서비스의 영역과, 정부보조와는 무관한 종교조직이나 창도적(唱導的) 조직들은 서로 상이한 요인에 의해 확대된다고 볼 수 있다. 이울러 전자의 조직들은 정보보조에 대한 경쟁이 심화되면서 시장지향적인 형태를 보이고 전문화와 관료화의 방향으로 진전되는 부정적 효과 때문에 비영리 조직으로서의 정당성을 잃어버리고 있다는 비판이 어느 정도 타당하다. 그러나 종교조직과 창도적비영리조직들은 여전히 관료적 거대조직과 개인 간의 긴장을 해소하고 사회적 문제를 노정함으로써 주요한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따라서 이 부문에 포함된 조직들의 다양성을 고려할 때 부문 전체의 분석 뿐 아니라 서비스의 특성에 따른 하위부문에 대한 비교분석과 개별적 조직을 분석하는 작업이 병행되어야 한다. Religion had been the major formative influence on the Americam nonprofit sector since the colonial times and its legal status was established in the latter half of the 19th century. Historically, nonprofit organizations have palyed a vanguard role in responding to ambiguous social needs. When they become clearer and so widespread that the nonprofit sector alone cannot properly manage them, government intervenes. Viewed from this perspective, volutary failure theory appears to be appropriate, which argues that the nonprofit sector is the primary mechanism for the provision of collective goods and that only when and if it cannot provide them adequately does government come into play. However, considering the explosive increase of nonprofit organizations since the Great Society programs of the 1960s and 1970s, policy orientation of utilizing them as service delivery systems is also important. Accordingly, the existing explanations on their causes and effects do not take the diversity of the sector into consideration. It seems quite clear that organizations heavily depending on government subsidies and those without them behave quite differently. The former such as health care and social service organizations have been aptly criticized for commercialization, professionalization, and bureaucratization due to the fierce conpetition from within and without. But the latter such as religious and advocacy organizations play an important mediating role between large, bureaucratic instituions and the individuals. Thus, most of existing research at the sector level should be complemented by that at the subsector level and at the level of the individual organization.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말뭉치를 통한 중국어 ‘關於’, ‘有關’, ‘有關於’의 비교 연구

        김승현 중앙대학교 외국학연구소 2020 외국학연구 Vol.- No.53

        In this study, I looked into the various aspects of ‘關於’, ‘有關’, and ‘有關於’, which are similar in meaning and function in modern Chinese. First of all, the preliminary analysis and corpus analysis of ‘關於’, ‘有關’, and ‘有關於’ were conducted, and the three synonyms showed syntactic, semantic and pragmatic differences. In the corpus, ‘關於’ was used as a preposition as used in the dictionary semantic analysis, and was combined with ‘np phrases’ to function as adverbs and adnominal phrase. In addition, it was confirmed that the headword is frequently used. On the other hand, ‘有關’ used verbs and prepositions, but in the case of ‘有關專家’, there was a difference between the use of verbs and prepositions. In this case, it was used as a ‘Qubieci’ which modifies the noun later. ‘有關於’ was not found in the dictionary but its meaning and function was often found in corpuses and was used not only in written words but also in spoken language. Next, in this study, we searched and analyzed CCL corpus sentences for a diachronic study. ‘有關’ appeared in the Chinese five dynasties period and was first used to mean ‘related’ as ‘verb.’ It appears to be more actively used during the Ming and Qing periods. In the Qing dynasty, when ‘有關’ was used in response to ‘與’, it was also found to be used with the same meaning and function as ‘關於’. On the other hand, the use of ‘Qubieci’ seems to have been used since the Period of Republican China.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