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소아과 의사들의 청소년 건강관리에 대한 인식 조사

        조기혜,최윤정,신영규,은백린,박상희,홍창호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0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43 No.3

        Purpose : This study was designed to establish standard guidelines to meet the growing health care needs of adolescents by direct assessment of pediatricians' current practices, attitude and obstacles to the primary care of adolescents. Methods : A questionnaire consisting of 9 questions, including personal characteristics of respondents, current health care practice of adolescents, attitude, obstacles to providing adolescent care, interest in further training, roles of Korean Pediatric Society for adolescent medicine, etc., was completed by 214 pediatricians. Results : Among the respondents, 87.4% were in the 4th or 5th decade of age, and 88.8% of respondents were working for private clicins. More than 60% of respondents were managing patients without age limits. Most of the respondents were interested in adolescent medicine. However, approximately one half of all respondents answered that they could not currently provide satisfactory care to their adolescent patients. Obstacles to providing adolescent care include : their image as “baby doctors”, lack of knowledge and skills in adolescent medicine, lack of separate hours for adolescents and concern that parents would object to certain types of care. Among respondents who wanted to further training, many were interested in Continuing Medical Education(CME) course, lecture series, introducing reading lists and publishing textbooks, while others expressed their interest in a newsletter and mini-fellowship. Respondents expected the Korean Pediatric Society to play a role in activating the adolescent medicine as a field for pediatric practice through educating adolescents, pediatricians and advertising via mass media. Conclusion : Future policy decisions and medical education must respond to these realities in pediatric practice. 목 적 : 청소년 의학은 청소년에게 필요한 건강관리의 질을 향상시키고 청소년들의 정상적인 성장과 발달 및 청소년들에게 유익한 건강관리를 도모하여 바르고 건강한 성인이 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소아과학의 한 분야지만 아직도 우리나라에서는 잘 알려져 있지 못하다. 이에 저자들은 전국 소아과 의사들의 청소년 진료현황과 청소년 의학에 대한 인식을 조사함으로써 향후 우리나라 청소년 의학 교육에 대한 지침이 되고자 본 연구를 시도하였다.방 법 : 방법은 설문지를 기록하여 응답하는 형식을 취하였으며 응답자는 전국의 소아과 전문의 214명이었다.결 과 : 설문조사에 응한 응답자의 연령 분포는 3·40대가 전체의 87.4%였으며 응답자의 88.8%가 개인 소아과 의원을 개원하고 있었다. 응답자의 대다수가 청소년 의학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여 주었고 청소년은 소아과에서 진료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생각하고 있었으나 청소년이 병원에 찾아온다면 진료한다는 식의 소극적인 진료를 하는 경우가 전체의 54.2%로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었다. 청소년을 소아과에서 진료하면 안된다고 응답한 경우는 전체의 1.9%에 불과하였으나 실제로는 22.9%의 응답자가 15세 이하만을 진료한다고 하였으며 대부분의 응답자가 적극적이든 소극적이든간에 청소년을 진료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상당수가 자신이 제공하는 진료의 내용에 대하여 만족하지 못하고 있었다. 이렇듯 청소년 건강 관리에 대한 소아과 의사들의 높은 관심에도 불구하고 실제로 소아과에서 청소년을 진료하는 것에 대한 장애로는 "baby doctor"로서의 소아과 의사의 이미지 때문으로 응답한 사람이 149명(69.7%)으로 가장 많았고, 기타 청소년 의학에 대한 지식의 부족, 청소년까지 진료할 여력 내지 시간이 없다는 것, 부모나 보호자의 거부감 때문 등을 들었다. 청소년 의학에 대한 교육 방법으로는 가장 많은 150명(70.1%)의 응답자가 소아과 학회 차원의 연수교육을 원했고 기타 의학강좌, 전문 서적의 안내나 교과서 발간, 편지형식의 소책자 배부, 단기간의 fellowship 순으로 응답하였다. 대한 소아과 학회가 청소년 진료를 활성화하기 위해서 해야할 역할로 소아과의 진료 내용에 대하여 청소년, 방송매체나 신문잡지, 소아과 의사들을 교육해야 한다는 등 대부분이 학회 차원에서 청소년 의학을 교육하고 소개하기를 원하고 있었다.

      • SCOPUSKCI등재

        Henoch-Schönlein Purpura에서 연령에 따른 임상 양상 및 예후에 관한 고찰

        홍주희,나형준,남궁미경,최승옥,한병근,정순희,김황민,Hong, Joo Hee,Na, Hyung Joon,Namgoong, Mee Kyung,Choi, Seung Ok,Han, Byng Geun,Jung, Soon Hee,Kim, Hwang Min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5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48 No.11

        목 적 : $Henoch-Sch{\ddot{o}}nlein$ purpura(HSP)는 소아에 흔한 전신성 혈관염이지만, 전 연령에서 발생할 수 있다. 발병 연령에 따라 임상 증상의 차이를 보이는데, 이는 예후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본 연구에서는 발병 연령에 따른 HSP의 임상 양상의 차이와 예후를 고찰하고, 이전에 다루어지지 않았던 청소년기의 발병에 대하여 분석해 보고자 한다. 방 법 :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원주기독병원에서 1993년 9월부터 2003년 9월까지 HSP로 진단받고 입원 또는 외래 치료하였던 205명 환자를 대상으로 의무기록을 통한 후향적 연구를 시행하였다. 대상 환자는 연령에 따라 10세 미만을 소아군, 10세에서 19세를 청소년군, 20세 이상을 성인군으로 분류하였다. 예후 판정 기준은 HSP 신염 환자에서 추적 관찰 종료 시점의 소변 검사 및 임상 증상 기록을 근거로 신염의 소실, 경도의 신증상, 중증 이상의 신증상으로 분류하였다. 진단 당시의 나이, 성별, 계절별 발생률 및 상기도 감염의 선행 여부 등의 역학적 요인과 임상 증상, 그리고 검사 소견을 연령군 별로 비교 분석하였다. 결 과 : 대상 환자 205례에서 소아군은 149명, 청소년군은 38명, 성인군은 18명으로 평균 연령은 각각 $5.7{\pm}1.8$세, $13.5{\pm}2.4$세, $44.9{\pm}14.5$세이었다. 남녀 비는 소아와 청소년군은 1.2 : 1, 성인군은 2 : 1이었다. 상기도 감염이 선행된 경우는 소아에서 53.4%, 청소년 32.4%, 성인 33.3%이었다. 대변 잠혈 반응 검사 양성 빈도는 소아군(23.0%)과 성인군(50.0%) 사이에는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보였으나(P<0.05), 소아군과 청소년군(40.0%), 그리고 청소년군과 성인군간에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신장 침범은 소아군 46례(30.9%), 청소년군 23례(60.5%), 성인군 15례(83.3%)에서 발생하였으며, 소아군에 비해 청소년군과 성인군에서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신장 침범 빈도가 높았으나(P<0.05), 청소년군과 성인군은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HSP의 재발은 소아군 23례(15.4%), 청소년군 9례(23.7%), 성인군 3례(16.7%)가 있었다. HSP 신염 환자의 추적 관찰 종료 시 신증상의 평가에서 소아와 청소년은 신증상의 소실 또는 경증만 지속된 경우가 각각 97.8%, 87.0%로 예후가 좋았으며, 성인은 중증 이상이 60.0%를 차지하고 13.3%에서 신부전 소견을 보여 상대적으로 좋지 않은 예후를 보였다. 결 론 : 청소년기에 발병한 HSP의 예후는 소아와 같이 양호하였으나, 임상 증상에서 위장관 출혈과 신장 침범이 성인 양상을 보이기 시작하고, 재발의 빈도가 높아 향후 장기 추적 관찰이 반드시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Purpose : $Henoch-Sch{\ddot{o}}nlein$ purpura(HSP) is the most common and benign systemic vasculitis in children. Few reports have focused on worse outcomes of HSP in adults. The age of onset is suggested as a main risk factor. We assessed the characteristics of adolescent-onset HSP. Methods : We retrospectively analyzed 205 cases presented from Aug. 1993 to Oct. 2003. Patients were classified as children(<10 years of age), adolescents(10-20 years of age), and adults(>20 years of age). Results : The mean age was $5.7{\pm}1.8years$ in 149 children, $13.5{\pm}2.4years$ in 38 adolescents, and $44.9{\pm}14.5years$ in 18 adults. The male to female ratio was 1.2 : 1 in children and adolescents, and 2 : 1 in adults. Previous upper respiratory infections were found in 53.4 percent of children, 32.4 percent of adolescents, and 33.3 percent of adults. Positivity of stool occult blood was more frequent in adults(50.5 percent) than in children(23.0 percent)(P<0.05). Renal involvement was found in 46 cases (30.9 percent) of children, 23 cases(60.5 percent) of adolescents, and 15 cases(83.3 percent) of adults. Recurrences occurred in 23 cases(15.4 percent) of children, nine cases(23.7 percent) of adolescents, and three cases(16.7 percent) of adults. Among the cases with renal involvement, 97.8 percent of children and 87.0 percent of adolescents improved to normal or asymptomatic urinary abnormalities. 60.0 percent of adults persisted with severe nephropathy and 13.3 percent progressed to renal insufficiency. Conclusion : Although the outcome of adolescent HSP was as good as children, the clinical manifestations were similar to those of adults. Adolescents had the highest rate of recurrences. Thus long term observations may be needed in adolescent onset HSP.

      • KCI등재

        한국인 소아 및 청소년에서 IGF-I 유전자형의 분석과 cytosine-adenine(CA) repeat 유전자 다형성이 혈중 IGF-I 농도에 미치는 영향

        고명진,황태규,이정녀,정우영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6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49 No.12

        Purpose : The aim of the present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ole of polymorphic cytosine adenine (CA) repeat of the IGF-I gene in the age-related alterations of serum IGF-I levels in healthy children. Methods : Two hundred and forty three normal healthy children (136 boys; 107 girls) aged between 7 and 15 years were enrolled in the present study. The primers were designed to cover the promoter regions containing the polymorphic CA repeat. Data were analyzed using GeneMapper software, version 3.7. All analyses were performed using MEDCALC software packages. Results: Deletion of 2 bp (G, A) following 3' of CA repeat were observed in all Korean children. The CA repeat sequences ranged from 17 to 23, and 19 CA repeat were the most common with an alleles frequency of 39.3 percent. Considering genotypes, 63.8 percent of subjects were homozygote or heterozygote for 19 CA repeat (192 bp allele), suggesting that this is wild type allele from which all other alleles originated in Korean children. Homozygote for 19 CA repeat were 14.7 percent, heterozygote for 19 CA repeat was 49.1 percent and 19 CA noncarriers totalled 36.2 percent. In 19 CA repeat noncarriers, the mean height, weight and serum IGF-I level were lower compared with those of 19 CA homozygous carriers, but statistically not significant. Correlations between serum IGF-I level and age according to the IGF-I genotypes revealed statistically significant relationships in the all groups, in the 19 CA repeat carrier group and, even in the noncarrier group. Conclusions :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of the mean height, weight and serum IGF-I levels among three different genotype groups. Also, there were no significantly different correlations between 19 CA repeat polymorphisms and serum IGF-I levels, according to genotype. Our results suggest that the IGF-I 19 CA repeat gene polymorphism is not associated with circulating IGF-I levels in healthy children. 목 적 : IGF-I 프로모터 CA repeat 유전자 다형성이 혈청 IGF-I농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일치되지 않은 결과들이 보고되어 있다. 저자들은 한국인 소아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IGF-I 유전자형의 분석을 실시하였고, CA repeat 유전자 다형성이 혈청 IGF-I 농도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하였다. 방 법 : 신장 계측에 의해 1998년에 제작된 한국소아 표준 신장표에 의거하여 나이에 따른 평균 신장 2표준편차 안에 속하는 소아 및 청소년 243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유전자형의 분석은 유전자 염기서열분석을 실시하였다. CA repeat 회수에 따른 대립유전자의 분포를 조사하였고, 이를 바탕으로 유전자형을 분류하였다. 결 과 : 한국인 소아 및 청소년에서는 IGF-I 프로모터 CA repeat 3' end 부위에 2 bp 크기의 결손이 있었다. CA repeat의 분포는 17부터 23까지였으며, 19 repeat가 39.3%의 빈도로 가장 높았다. 유전자형을 살펴보면 한국인 소아의 63.8%가 19 CA repeat를 하나 이상 가지고 있어서, 이 유전자형이 야생형으로 생각된다. 유전자형은 36명(14.8%)은 19 CA repeat(192 bp allele) homozygous, 119명(49.0%)은 heterozygous, 88명은(36.2%) 19 CA repeat noncarrier 였다. 유전자형에 따른 키, 체중, BMI는 세군 모두에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유전자형에 따른 혈청 IGF-I 농도도 19 CA noncarrier군에서 526.70±177.67 ng/mL로, 19 CA homozygous군 570.06±207.91 ng/ mL에 비해 낮았으나 세군 사이에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유전자형과 나이에 따른 혈청 IGF-I 농도와의 상관관계를 분석하였을때 19 CA homozygote 군(r=0.7181; P<0.0001), heterozygote 군(r=0.5506; P<0.0001) 그리고 19 CA noncarrier군 모두에서 유의한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다(r=0.5155; P<0.0001). 결 론 : 한국인 소아 및 청소년에서 19 CA repeat 3' end 부위에 2 bp 크기의 G, A 뉴클레오타이드의 결손이 관찰되었다. IGF-I 유전자의 CA repeat 분포는 17부터 23까지였으며, 19 repeat의 빈도가 39.3%로 가장 높았다. 키, 체중, BMI 그리고 혈청 IGF-I 농도는 유전자형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그리고 IGF-I 유전자형과 나이에 따른 혈청 IGF-I 농도 사이에는 유전자형에 관계없이 모든 군에서 유의한 양의 상관관계를 나타내었다. 그러므로 건강한 소아 및 청소년에서는 IGF-I 유전자 다형성이 혈청 IGF-I 농도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 SCOPUSKCI등재

        소아 및 청소년 2형 당뇨병의 임상적 특징

        이성용,신충호,양세원,Lee, Seong Yong,Shin, Choong Ho,Yang, Sei Won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2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45 No.6

        목 적 : 소아, 청소년기의 당뇨병은 대부분 1형 당뇨병으로 진단되어지나 최근에는 소아, 청소년에서도 2형 당뇨병이 전세계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우리나라의 경우도 같은 양상을 보인다고 생각된다. 저자들은 소아, 청소년의 2형 당뇨병의 임상 양상에 대하여 고찰해 보고자 하였다. 방 법 : 1987년부터 2000년까지 서울대학교병원 소아과에서 2형 당뇨병으로 진단 받은 소아, 청소년 환자 33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당뇨병의 진단기준에 합당한 환자 중에서 체질량지수 25 이상의 비만을 보인 경우, 2형 당뇨병의 가족력을 가진 경우, 진찰상 흑색 극세포증을 보인 경우, 그리고 혈청 혹은 소변 C-peptide가 정상 혹은 증가된 경우 등의 2형 당뇨병의 진단을 지지하는 소견들 중 2가지 이상을 보이고 항GAD 항체가 음성일 경우를 임의적으로 2형 당뇨병으로 진단하였다. 또한 인슐린 치료가 필요하지 않거나 인슐린 치료를 받다가 끊을 수 있었던 경우는 위의 지지소견 들이 2가지 미만인 경우에도 2형 당뇨병으로 진단하였다. 대상 환자 33명의 병록지를 후향적으로 검토하여 환자들의 진단 당시의 임상 양상, 인구 통계학적 양상, 검사결과, 치료방법 및 반응 등에 대해 임상적인 고찰을 하였다. 인슐린 치료를 받은 환자 중 2년 이상 인슐린을 사용한 군과 2년 안에 인슐린을 끊을 수 있었던 군의 임상적 양상에 대해 비교하여 보았다. 결 과: 진단시 나이는 평균 $13.4{\pm}1.8$세로 10대 초반이 다수였다. 23명의 환자 중 16명(69.6%)이 진단 시 사춘기에 해당하였다. 평균 체질량지수는 $24.3{\pm}4.2kg/m^2$이었고 $25kg/m^2$ 이상의 비만을 보인 경우가 32명 중 16명(50%)이었다. 2형 당뇨병의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33명 중 24명(72.7%)이었다. 흑색극세포증은 6명(18.2%)에서 관찰되었다. 진단 당시 다음, 다뇨등의 증상을 보인 경우가 14명(42.4%)이었고, 요당이나 고혈당이 우연히 발견되어 진단된 경우가 19명(57.6%)이었다. 치료방법으로는 인슐린 단독치료가 25명(75.8%), 경구 혈당강하제 단독사용이 3명(9.1%)이었고, 두 가지를 같이 사용한 경우가 3명(9.1%), 운동과 식이요법 외에 약물치료를 하지 않은 경우가 2명(6%)이었다. 15명(45.5%)이 인슐린을 사용하지 않았거나 끊을 수 있었다. 진단 당시 다음, 다뇨와 같은 전형적인 당뇨병의 증상은 2년 이상 인슐린을 쓴 군에서 유의하게 많았다(P<0.05). 결 론: 소아, 청소년에서의 2형 당뇨병은 증상의 발현이 뚜렷하지 않으며 사춘기, 비만, 가족력과 관계가 깊었다. 소변과 혈청에서의 C-peptide 농도 측정에서 증가 또는 정상 소견이 보일 경우, 췌세포 자가 항체가 음성인 경우 2형 당뇨병으로 진단할 수 있으나 좀 더 나은 1형 당뇨병과의 감별방법 개발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다수의 2형 당뇨병 환자에서 초기에 인슐린 투여를 필요로 하였고 혈당 조절이 호전된 후 끊을 수 있었으나 진단 시 증상을 보이는 경우 인슐린을 지속적으로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았다. Purpose : The incidence of type 2 diabetes in children and adolescents has been reported to increase recently. The aim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clinical features of type 2 diabetes developing during childhood and adolescent period. Methods : The medical records of 33 patients with type 2 diabetes were reviewed. We analysed clinical manifestations, demographic data, and modes and responses of treatment. Results : Age at diagnosis was $13.4{\pm}1.8$ years. Seventy percent of patients revealed pubertal signs at diagnosis. Half of the patients had BMI more than $25kg/m^2$. Seventy-three percent of patients had family history of type 2 diabetes. Acanthosis nigricans were found in 18% of patients. Nineteen(57.6%) patients were diagnosed incidentally by random urine or blood glucose test without any typical diabetic symptom or sign. The modes of therapy to control hyperglycemia were insulin alone(75.8%), oral hypoglycemic agents alone(9.1%), insulin and oral hypoglycemia agents(9.1%), and only diet with exercise(6%). At the time of investigation, 45.5% of patients were not using insulin. The typical diabetic symptoms at diagnosis were more prevalent in patients who required insulin for more than two years than patients who did not(P<0.05). Conclusion : The development of type 2 diabetes in children and adolescents is possibly related to puberty, obesity, family history, and defects in insulin secretion rather than insulin resistance. Many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type 2 diabetes required insulin initially and some of them could discontinue. More than half of the patients were diagnosed as diabetes without any typical symptom or sign, which might be one of the predictive factors of the prolonged insulin requirement.

      • KCI등재

        소아청소년기 성장호르몬결핍증의 성인기 지속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이영아,정혜림,이세민,김재현,김지현,이선희,양세원,신충호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9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52 No.2

        Purpose : Growth hormone (GH) replacement after retesting is necessary because impairment of body composition and cardiovascular health has been more severe in adult patients with persistent GH deficiency (GHD) from childhood to adulthood. This study aimed to investigate the factors for persistent GHD and define a highly probable group of persistent GHD in young adults with childhood-onset GHD. Methods : GHD was reassessed by insulin tolerance test (ITT) in 55 adult patients (39 males, 16 females) with childhood- onset GHD. Twelve patients presented with idiopathic GHD and 43 patients presented with organic GHD caused by tumors involving the hypothalamus-pituitary (H-P) region (n=33), other brain tumors (n=3), meningitis (n=3), leukemia (n=2) and others (n=2). Results : Forty-nine (89.1%) of 55 patients had persistent GHD. IGF-I was positively correlated with log of peak GH (r=0.57, P<0.001). There was no difference in the proportion of persistent GHD between idiopathic and organic GHD. The percentage of patients with persistent GHD was 40%, 80%, and 95.6% for patients with zero, one, two or more additional pituitary hormone deficiencies (PHDs), respectively (P=0.002). The probability of persistent GHD was higher in patients with diseases involving the H-P region (P=0.003). GHD persisted in 15 of 18 patients treated with cranial irradiation. Conclusion : We suggest that the probability of persistent GHD in adulthood was high in patients with 2 or more additional PHDs, and diseases involving the H-P region. 목 적 : 소아청소년기 GHD 환자들은 성인기에 진단된 환자보다 체성분과 심혈관계의 변화가 심한 것으로 알려져 있어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되면 성장호르몬 치료를 꼭 받아야 한다. 본 연구에서는 소아청소년기에 GHD로 진단 받은 성인 환자들을 대상으로 ITT를 시행하여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되는 요인을 살펴보고,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될 가능성이 높은 대상을 알아보고자 한다. 방 법 : 성인키에 도달한 55명(남 39명, 여 16명)을 대상으로 ITT의 최대 성장호르몬 값이 3 µg/L 미만이면 성인기 GHD로 진단하였다. 특발성 GHD 환자(n=12)는 뇌하수체 구조적인 이상이 있는 2명과 둔위 분만 또는 가사의 병력이 있는 10명이었으며, 기질성 GHD 환자(n=43)는 시상하부-뇌하수체를 침범하는 뇌종양(n=33), 그 외의 뇌종양(n=3), 뇌수막염(n=3), 백혈병(n= 2), 지주막낭종(n=1), 뇌하수체염(n=1)에 해당하였다. 결 과 :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된 환자는 49명(89.1%)이었다. 최대 성장호르몬 값의 log값은 기저 IGF-I 농도와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다(r=0.57, P<0.001). 특발성 GHD 환자의 91.7%가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되어, 성인기 GHD 여부는 소아청소년기 특발성, 기질성 GHD 여부에 따른 차이가 없었다. 동반된 뇌하수체호르몬 결핍 개수가 많을수록(단독 GHD 40%, 1개의 결핍 동반 80%, 2개 이상 동반 95.6%, P=0.002), 기질성 GHD 환자 중에서 병변이 시상하부-뇌하수체를 일차적으로 침범하는 경우(P=0.003)에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될 가능성이 높았다. 두개 내 방사선 치료를 받은 18명 중에서 15명이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되었는데, 시상하부-뇌하수체를 침범하는 종양으로 방사선 치료를 받은 환자들 14명은 모두 방사선조사량에 관계없이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되었다. 동반된 뇌하수체호르몬 결핍이 있는 경우(P=0.005), 소아청소년기 완전 GHD인 경우(P=0.005)에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되는 비율이 높았다. 결 론 : 소아청소년기에 GHD로 진단 받은 환자들 중에서 동반 뇌하수체호르몬 결핍이 2개 이상이거나, 기저 질환의 병변이 시상하부-뇌하수체를 포함하면 성인기에도 GHD가 지속될 가능성이 높다.

      • KCI등재

        소아비만에 대한 어머니들의 인식

        김미정,곽애정,최광해,박용훈,이경수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3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46 No.7

        Purpose : This study was performed to know the mothers' recognition of childhood obesity because the mothers' role is essential for management in childhood. Methods : Seven hundred and seventy two mothers who visited pediatrics clinics in five regional cities(Daegu, Kumi, Waekan, Kyungsan and Youngchun) were include in a questionnaire survey concerning childhood obesity. The questionnaire was anonymous and filled in by the mothers themselves. Results : Most of the mothers perceived childhood obesity as a serious disease. Sources of acquisition of knowledge about obesity were health programs on TV or radio(70.3%), advertisements in newspapers or magazines(44.0%) and from neighbors or relatives(20.0%) and hospitals or clinics(3.0 %). Mothers wish to acquire more knowledge about childhood obesity by health programs on TV or radio(43.8%) and hospitals or clinics(35.9%). The most common apprehensions of mothers carring out their childrens' obesity management program was psychologic stress(63.6%). If children were obese, almost all mothers wanted to treat them by various methods. Conclusion : For the more efficient management of childhood obesity, doctors' role in consultation and management should be emphasized. 목 적 : 최근 생활 환경의 편리, 실내 오락의 발달과 식생활의 서구화로 인해 소아 비만증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며 비만과 연관된 합병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릴 때부터 비만을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소아는 성인과는 달리 비만의 치료와 예방에 부모의 역할이 매우 큰 비중을 가지며 특히 어머니들이 소아비만에 대한 올바른 인식이 없으면 소아비만의 효과적인 치료와 예방을 기대하기는 어렵다. 그러므로 소아비만에 대한 어머니들의 인식과 생각 등을 조사하여 소아비만의 접근과 치료에 도움을 주고자 본 연구를 하였다. 방 법 : 2001년 5월부터 7월까지 영남대학교병원 소아과 외래와 대구·경북 일부 지역(구미, 왜관, 경산, 영천)의 개인 소아과 의원을 방문한 어머니들을 대상으로 자기기입식 설문조사를 시행하였으며 이중 성실하게 응답한 772명을 본 연구의 대상으로 하였다. 결 과 : 비만에 대한 관심은 "많다"가 36.1%, "조금 있다"가 51.8%, "없다"가 12.1%이었다. 비만에 대한 인식은 어머니의 연령이 30대에서 가장 많이 비만을 심각한 질병으로 인식하고 있었으며, 한달 수입에 따른 차이는 없었으나, 학력이 높을수록 비만을 심각한 질병으로 인식하고 있었다. 비만에 대한 정보를 주로 얻는 곳은 TV나 라디오에서의 건강프로그램이 가장 많았으며, 자주 가는 병원이 가장 적었다. 비만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주기를 원하는 곳은 TV나 라디오의 건강프로그램이 가장 많았으며, 자주 가는 병원, 비만 전문 병원에서의 정기적인 강좌, 신문의 의학정보란의 순서이었다. 만약 자녀가 비만일 경우 "집에서 아는 데로 식사조절이나 운동 등을 시켜보겠다"가 가장 많았으며, "소아비만 전문병원을 방문하겠다", "헬스클럽이나 체육관에 보내겠다"의 순서이었다.

      • KCI등재

        이유기 보충식 현황과 어머니 인식 조사

        염혜원,박혜숙,최광해,장주영,류일,양혜란,김재영,서지현,김용주,문경래,강기수,박기영,이성수,심정옥,서정완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9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52 No.10

        Purpose:To evaluate current feeding practices and maternal nutritional knowledge on complementary feeding. Methods:Mothers of babies aged 9-15 months who visited pediatric clinics of 14 general hospitals between September and December 2008 were asked to fill questionnaires. Data from 1,078 questionnaires were analyzed. Results:Complementary food was introduced at 4-7 months in 89% of babies. Home-made rice gruel was the first complementary food in 93% cases. Spoons were used for initial feeding in 97% cases. At 6-7 months, <50% of babies were fed meat (beef, 43%). Less than 12–month-old babies were fed salty foods such as salted laver (35%) or bean-paste soup (51%) and cow's milk (11%). The following were the maternal sources of information on complementary feeding: books/ magazines (58%), friends (30%), internet web sites (29%), relatives (14%), and hospitals (4%). Compared to the 1993 survey, the incidence of complementary food introduction before 4 months (0.4% vs. 21%) and initial use of commercial food (7% vs. 39%) had decreased. Moreover, spoons were increasingly used for initial feeding (97% vs. 57%). The average maternal nutritional knowledge score was 7.5/10. Less percentage of mothers agreed with the following suggestions: bottle formula weaning before 15-18 months (68%), no commercial baby drinks as complementary food (67%), considering formula (or cow's milk) better than soy milk (65%), and feeding minced meat from 6-7 months (57%). Conclusion:Complementary feeding practices have considerably improved since the last decade. Pediatricians should advise timely introduction of appropriate complementary foods and monitor diverse information sources on complementary feeding. 목적:이유기의 영양은 영유아의 성장과 발달 뿐 아니라 성인 건강에도 장기적으로 영향을 미친다. 또한 이 시기의 영양섭취는 전적으로 보호자에게 의존하므로 보호자의 이유기 보충식에 대한 인식이 중요하다. 이에 본 영양위원회에서는 이유기 보충식 현황을 조사하여 과거 영양위원회 보고와 비교하고, 어머니의 이유기 보충식에 대한 인식 수준을 조사분석하여 문제점을 파악하고 영유아 영양 상담의 방향과 개선책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방법:2008년 9월에서 12월까지 전국 14개 종합병원 소아청소년과를 방문한 9-15개월 영유아의 어머니를 대상으로 본 위원회에서 만든 설문지를 작성하도록 하였다. 총 1,078매 설문지를 SAS 9.1 통계프로그램을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결과:이유기 보충식을 4-7개월에 89.3%에서 시작하였다. 93.3 %에서 처음 준 음식은 쌀미음이었고, 96.5%에서 숟가락으로 주기 시작하였다. 12-15개월 영유아를 대상으로 식품 도입 시기를 보면 6-7개월에 쇠고기를 준 경우는 43.2%였고 12개월 이전 소금 뿌린 김을 준 경우 35.3%, 된장국을 준 경우는 50.7 %, 생우유를 준 경우는 10.7%였다. 이유기 보충식에 대한 정보원은 육아 책이나 잡지(57.9%), 친구나 또래 엄마(29.9%), 인터넷(28.7%), 부모나 친지(14.1%), 의료인(4.4%) 순이었다. 영양위원회에서 시행한 1993년 조사와 비교하면 4개월 이전 이유기 보충식을 시작한 경우(0.4% vs. 20.6%)와 시판 이유기 보충식으로 시작한 경우(6.7% vs. 38.8%)가 현저히 감소하였다. 숟가락으로 시작한 경우(96.5% vs. 57%)는 현저히 증가하였다. 어머니의 이유기 보충식에 대한 인식 수준에 대한 10문항을 점수화 하였을 때 평균 인식 점수는 7.5±2.1였고 다음 4문항에서 동의율이 낮았다: 고기를 이유기 초기에 도입해야 한다(57.4%), 분유(우유)가 두유보다 좋다(65.1%), 아기에게 이온음료를 먹일 필요가 없다(66.6%), 분유병은 15-18개월에 떼야 한다(67.5%). 인식 점수는 출생 순서가 빠른 경우, 어머니의 나이가 30대인 경우, 학력이 대졸 이상인 경우, 거주 지역이 서울과 경기 지역인 경우, 이유기 보충식에 대한 정보원이 의료인과 책이나 잡지인 경우에 가장 높았다. 결론:이유기 보충식 실행 방법은 과거와 비교하여 현저하게 개선되었다. 소아청소년과 의사는 어떤 음식을 언제 도입하는지에 대한 체계적인 이유기 보충식 스케줄을 제공해야 하며 다양한 이유기 보충식에 대한 정보원을 관리 감독 해야 할 것이다.

      • KCI등재

        소아청소년 간질 캠프에 참가한 부모들의 간질에 대한 인식과 교육 프로그램의 효과

        조성민,권순학,김두권,김준식,문한구,서혜은,이계향,이은주,이준화,김노은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9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52 No.5

        Purpose : To assess parental knowledge and understanding of epilepsy including social stigma and evaluate the effects of educational programs on parents in an epilepsy camp. Methods : We conducted an epilepsy camp on August 23-24, 2008, at Gyeongsan. Twenty families with an epileptic child each participated in the camp. We performed a survey before and after the camp to obtain data concerning parental understanding of epilepsy and the effects of the camp-based educational programs on the parents. The data were analyzed with SPSS 14.0 using frequency analysis. Results : The parents were sufficiently knowledgeable about epilepsy before the camp, and their knowledge and understanding of epilepsy improved further after the camp. Both perceived stigma and enacted stigma against epilepsy were found in 30.0% of the parents. The perceived stigma decreased to 15.0% after the camp. Conclusion : This study suggests that social approaches such as epilepsy camps are effective in improving parental knowledge and understanding about epilepsy as well as decreasing their perceived social stigma. 목 적 : 본 연구는 소아 간질 환자의 부모들의 간질에 대한 지식, 인식 및 사회적 낙인을 파악하고 간질 캠프를 통해서 부모들의 지식이나 인식이 변화되는 정도를 파악함으로써 단기적 교육 프로그램의 효과를 알아보기 위하여 시행되었다. 방 법 : 2008년 8월 23-24일 경북 경산시에서 개최된 제2회 대구․경북 소아청소년 간질 캠프에 참여한 간질 아동의 부모 20명을 대상으로 캠프 이전과 캠프 종료 시에 전후에 부모들의 간질에 대한 인식과 지식, 간질에 대한 사회적 낙인 등을 구조화된 설문을 통하여 조사하였다. 결 과 : 부모들은 간질에 대하여 상당한 정보와 지식을 가지고 있었으나 간질 캠프의 교육 프로그램을 통하여 더욱 정확한 지식을 가지게 되었다. 캠프 이전에 부모들의 간질에 대한 지각된 낙인 및 실제적인 낙인은 30.0% 정도였으며 이 중 지각된 낙인은 캠프 종료 시에 15.0% 정도로 감소됨을 관찰하였다. 결 론 : 간질 캠프와 같은 교육 프로그램은 소아 간질 환자 부모들의 간질에 대한 인식과 지식을 제고하며, 간질에 대한 사회적 낙인의 감소에 기여함으로써 간질 환자의 질병 관리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

      • KCI등재

        소아에서 13종 호흡기 바이러스에 의한 급성 하기도 감염의 임상 양상

        임정숙,우성일,백윤희,권혁일,최영기,한윤수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10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53 No.3

        Purpose:This study was performed to investigate the epidemiologic and clinical features of 13 respiratory viruses in children with acute lower respiratory tract infections (ALRIs). Methods:Nasopharyngeal aspirates were prospectively obtained from 325 children aged 15 years or less from May 2008 to April 2009 and were tested for the presence of 13 respiratory viruses by multiplex real-time-polymerase chain reaction (RT-PCR). Results:Viruses were identified in 270 children (83.1%). Co-infections with ≥2 viruses were observed in 71 patients (26.3 %). Respiratory syncytial virus (RSV) was the most common virus detected (33.2%), followed by human rhinovirus (hRV) (19.1%), influenza virus (Flu A) (16.9%), human metapneumovirus (hMPV) (15.4%), parainfluenza viruses (PIVs) (8.3%), human bocavirus (hBoV) (8.0%), adenovirus (ADV) (5.8%), and human coronavirus (hCoV) (2.2%). Clinical diagnoses of viral ALRIs were bronchiolitis (37.5%), pneumonia (34.5%), asthma exacerbation (20.9%), and croup (7.1%). Clinical diagnoses of viral bronchiolitis and pneumonia were frequently demonstrated in patients who tested positive for RSV, hRV, hMPV, or Flu A. Flu A and hRV were most commonly identified in children older than 3 years and were the 2 leading causes of asthma exacerbation. hRV C was detected in 14 (4.3%) children, who were significantly older than those infected with hRV A (mean±SD, 4.1±3.5 years vs. 1.7±2.3 years; P=0.009). hBoV was usually detected in young children (2.3±3.4 years) with bronchiolitis and pneumonia. Conclusion:This study described the features of ALRI associated with 13 respiratory viruses in Korean children. Additional investigations are required to define the roles of newly identified viruses in children with ALRIs. 목적:급성 하기도 감염으로 입원하는 소아에서 최근 알려진 hRV C 및 hBoV를 포함하여 13종 호흡기 바이러스의 임상 양상 및 역학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방법:2008년 5월부터 2009년 4월까지 충북대학교병원 소아과에 급성 하기도 감염으로 입원한 소아 중 325명을 대상으로 비인두 흡인물에서 multiplex RT-PCR법을 이용하여 총 13종의 바이러스를 검출하였으며, 대상 소아의 의무기록을 검토하였다. 결과:대상 소아 중 270례(83.1%)에서 호흡기 바이러스가 검출되었으며, 혼합 감염은 71례(26.3%)에서 관찰되었다. 바이러스 검출 빈도는 RSV 108례(33.2%), hRV 62례(19.1%), Flu A 55례(16.9%), hMPV 50례(15.4%), PIV 27례(8.3%), hBoV 26례(8.0%), ADV 19례(5.8%), hCoV 7례(2.2%)였다. 임상진단은 세기관지염 37.5%, 폐렴 34.5%, 급성 천식 악화 20.9%, 크룹 7.1%이었으며, 세기관지염과 폐렴으로 진단된 소아에서 가장 높은 빈도로 검출된 호흡기 바이러스는 RSV, hRV, hMPV, Flu A였다. Flu A와 hRV는 3세 이상의 천식 악화로 진단된 소아에서 가장 높은 빈도로 검출되었다. hRV A와 hRV C는 각각 48명(14.8%)와 14명(4.3%)에서 검출되었으며, hRV C가 검출된 소아의 평균 연령은 4.1±3.5세로 hRV A가 검출된 소아에서의 1.7±2.3세에 비해 유의하게 높았다(P=0.009). hBoV는 세기관지염 또는 폐렴으로 진단된 소아에서 주로 검출되었고, 이들의 평균 연령은 2.3±3.4세였다. 결론:본 연구에서는 한국 소아에서 13종의 바이러스에 의한 하기도 감염의 양상을 관찰하였다. 소아 하기도 감염에서 새로 알려진 바이러스들의 역할을 명확히 알기 위해서는 향후 지속적인 연구가 필요하다.

      • SCOPUSKCI등재

        초등학생들의 의료기관 이용양상 및 선택 기준에 관한 연구

        한승표,김은영,노영일,양은석,박상기,박영봉,문경래,Han, Seung Pyo,Kim, Eun Young,Rho, Young Il,Yang, Eun Seok,Park, Sang Kee,Park, Yeong Bong,Moon, Kyung Rye 대한소아청소년과학회 2002 Clinical and Experimental Pediatrics (CEP) Vol.45 No.2

        목 적 : 학동기 소아들의 상병상태, 의료기관 이용 양상, 선택기준 및 관련된 요인 조사하여 현재 소아 환자의 진료의 실태와 문제점을 파악하여 향후 대책을 위한 자료를 제공하고자 실시하였다. 방 법 : 학동기 아동의 의료기관 이용율과 그 관련 요인을 조사 분석하기 위하여 1998년 6월 광주시내 초등학교 학부모 2,036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하여 자료를 분석하였다. 결 과 : 1) 총응답자는 2,036명, 남자 1,035명, 여자 1,001명이었고, 남녀비 1.03 : 1 평균나이는 10.6세였다. 2) 질환의 유병률은 32.3%였고, 질환을 계통별로 보면 호흡 및 알레르기 질환 64.7%, 소화기 질환 12.8%, 외상, 치과질환, 기타 순이었다. 치료율은 89.9%였으며, 치료하지 않은 이유로 경미한 증상, 경제적 부담, 바쁜 생활 순이었다. 3) 질환에 이환 된 경우 주로 이용하는 의료기관은 소아과 46.7%, 이비인후과 19.8%, 약국 13.2%, 내과 12.2%, 가정의학과 순이었다. 4) 의료기관의 선택이유는 거리의 근접성, 치료효과, 교통의 편리성, 의사의 유명도, 의료인의 친절도 순이었다. 각 의료기관별 선택이유는 소아과의 경우 거리의 근접성, 이비인후과의 경우 치료 효과, 내과의 경우 의사의 평판이 많은 빈도를 차지하였다. 5) 호흡기 증상의 의료기관 이용도를 보면, 기침의 경우 소아과, 약국, 이비인후과, 내과 순이었고, 콧물의 경우 소아과, 약국, 이비인후과, 내과 순이었다. 열이 있는 경우 소아과, 약국, 이비인후과, 내과 순이었다. 6) 소화기 증상의 의료기관 선호도를 보면, 설사의 경우 소아과, 약국, 내과 순이었고, 변비의 경우 소아과, 약국, 내과 순이었다. 복통의 경우 소아과, 내과, 약국 순이었다. 예방접종은 보건소, 소아과, 내과 순이었고 피부 증상이 있는 경우에 소아과, 피부과, 약국, 내과 순이었다. 7) 연령에 따른 의료기관 선호도는 호흡기 질환의 경우 소아과 이용율의 경우 7세 50%가 점차 감소하여 13세 때는 33.8%로 감소한 반면, 이비인후과의 경우 7세 26.7%, 13세 때 22%로 별 변화 없었으나 내과의 경우 7세 6.7%, 13세 때 10.1%로 약간 증가하였다. 소화기 질환의 경우 소아과 이용율은 7세 때 45.4%였으나 13세 때는 20.2%로 크게 감소한 반면, 내과 이용율은 7세 때 25%, 13세 때 34.8%로 증가하였다. 특히 11세경부터 내과 이용율이 소아과의 이용율을 앞서고 있었다. 8) 의료기관선택에 가장 많은 영향을 미치는 사람은 어머니, 아버지, 의사의 추천, 친구 이웃 순이었다. 9) 소아과 진료의 적정연령에 대하여서는 12세까지 47.8%, 10세까지 22.4%, 15세까지 18.5%, 8세까지 10.1% 순이었다. 결 론 : 소아과 진료영역의 많은 부분이 타과에서 쉽게 진료되고 있어 이에 대한 홍보와 대응책이 필요할 것이다. 소아는 성인과 달리 독특한 성장과 발달과정이 있으므로 전문적인 진료 및 적절한 치료기관의 선택이 필요할 것이다. Purpose : The aim of this study is to find out the distribution of illness, patterns of medical care utilization and factors determining medical care utilization in elementary school children. Methods : We performed the questionnaires in Gwangju city on 2,036 children of two elementary schools from June 1 to June 30, 1998. Results : The prevalence rate of illness was 32.3%. The distribution of illness was respiratory disease(64.7%), gastrointestinal disease(12.8%), injury & poisoning. The rate of persons having received medical treatment when they were sick, was 89.8%. The selection distribution among various medical facilities was pediatric hospital(46.7%), otolaryngologic hospital(19.8%), pharmacy (13.2%) and internal medicine in the decreasing frequency sequence. The major factors influencing the selection of medical facility were geographic accessibility and good results. The most common reason for the first visit to the pediatric hospital was geographic accessibility. The most common reason for a visit and to otolaryngologic hospital was a good result. The most frequently utilized medical facility for respiratory symptoms and gastrointestinal symptoms was pediatric hospital. The persons influencing the selection of medical facility in the children were mother(73.3%), father( 10.8%), doctor and others in decreasing sequence. The persons answering the questionaire thought that the optimal age of pediatric care was from 0 to 12 years(47.8%), to 10 years(22.4%) and to 15 years(18.5%) in decreasing rate. Conclusion : Other departments instead of pediatrics have treated children. Children have particular growth and development process, which is different to those of adults. So, it is necessary to choose special medical care and adequate medical facilities for children.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