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연극 안의 배우, 배우의 몸 - 이경성과 크리에이티브 바키(Creative VaQi)의 연극 미학

        이경미 ( Lee Kyung Mi ) 한국연극학회 2017 한국연극학 Vol.1 No.61

        이경성과 크리에이티브 바키(Creative VaQi)의 연극은 희곡의 재현이 아니라 `공간`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한다. 광화문이나 문화역 서울과 같은 일상적 공간 속에서 행해졌던 그의 작업은 이들 공간으로부터 고유의 장소성, 즉 그 공간에 축적된 역사적, 사회적 맥락을 드러냈다. 이후 그들은 일상적 공간으로부터 극장이라는 제도적 공간으로 중심을 옮겨 극장의 장소성에 대해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는데, 이것은 연극이 무엇인가에 대한 자기질문이기도 하다. 이로써 이경성과 바키의 연극은 예의 그 `장소특정적 공연`의 카테고리를 벗어나 보다 더 미학적 지평을 확장해가고 있다. 그 과정에서 우리는 그들의 작업을 공간과 함께, 좀더 시각을 달리하여 공간을 점유한 몸의 문제를 근거로 새롭게 논의할 수 있는 단초를 얻게 된다. 사실 공간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한 바키의 작업은 애초부터 그 공간을 점유하고 있는 배우의 몸을 배제하고는 논의할 수가 없는 것이었다. 본 논문은 크리에이티브 바키의 연극을 배우, 배우의 몸으로부터 새롭게 논의하고자 한다. 통상적 연극과 다르게 그들은 연출과 배우 모두가 직접 공연 전 과정을 이끌면서 관련 자료를 조사하고 인터뷰하며, 여러 번의 발제와 토론 등의 과정을 거쳐 공연의 틀을 잡아간다. 이런 작업과정에서 배우는 어떻게 대상을 체험하는지, 그리고 체화된 감각을 바탕으로 무대를 그들 연극의 주요 화두인 공간과 시간, 더 나아가 타자에 대한 감각의 장소로 발생시키는지를 살펴보고자 한다. 무대 위의 배우의 몸은 공간을 점유한 몸으로서 `여기`에 대해 질문하기도 하고, 시간을 점유하고 `지금`에 대해 묻는다. 그런가하면 보이지 않는 타자의 고통을 감각하는 몸으로서, 기억에 대해 묻기도 한다. 배우의 몸에 기반한 이경성의 연출미학을 풀어내는 이론적 근거는 몸과 지각의 문제를 중심에 둔 현상학에서 가져왔으며, 구체적인 사례들은 최근 2년 동안 발표된 이들의 작품들에서 찾아보았다. Lee Kyung-Sung and the theatergroup `Creative VaQi) have made their theaters focusing on space discourses. But for about last two years, most of their works have been performed not only in everyday spaces but also in various instituional theaterspaces. This is why the research about their theater aesthetics should be conducted from different perspectives. This study examines several recent works that Lee Kyung Sung and his VaQi have performed in institutional theatrical spaces. Actor`s bodies that occupy the space have been their theatrical interest that they have focused on from the beginning. What they emphasize is not how they make actors represent their drama roles. They see actors not as tools of theater but as productive subjects. Actors in their theaters stand on stage as themselves with their own identities. In other words, they reveal themselves on stages as persons who have their own thoughts about the world. This is due to their unique working style that are completed through thorough collaborative work, from data research to interviews, presentations and discussions. Of course, actors are the center of all these processes. They constantly interact with objects and build their own viewpoint on them. The body itself is a performing body that creates events and forms the framework of perception and experience. This way of working is closely linked to the phenomenological point of view. Based on this phenomenological point of view, this paper examines how actor`s body is posing new questions about space and time. It tries also to look at how actor`s body occurs as a place of sensation for the other.

      • KCI등재

        韓·中 고전문학 속의 여성과 송사(訟事)

        이경미(Lee, Kyung-Mi),(李京美) 대한중국학회 2019 중국학 Vol.6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고는 韓·中 고전문학 속에 등장하는 여성들이 송사를 제기하거나 또한 송사를 당하는 역할로 등장하는 작품을 살펴보고자 한다. 여성이 송사를 제기하거나 당하는 경우, 효녀, 열부, 현모양처인 경우에는 물질적 보상, 사회적 칭송을 받는 해피엔딩으로 끝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는 송사를 통한 법의 엄정성보다 법의 윤리의식이 우위에 있었던 고대 韓·中 봉건사회의 일면을 보여 주고 있는 것이다. 한편 선한 의도와 행실에도 불구하고 억울함이 해소되지 않은 채로 끝나는 경우가 발견되기도 한다. 이는 송사라는 법적인 절차가 사회정의를 구현하는 통로이긴 하나 남존여비의 봉건사회에서 여성에게 그 기회가 완전히 보장될 수 없고, 또 다른 가부장적 기준으로 여성을 이중으로 평가했던 당시 사회의 한계점을 보여주는 예이기도 하다. 또한 일부 여성들은 원혼(冤魂)이 되어서까지 재심(再審)을 통하여 그녀들의 억울함을 사회에 공개적으로 호소하고, 해결 받고자 한다. 이를 통해 여성의 명예회복 및 내적 존엄성까지도 회복하고, 공개적인 법집행을 통한 처벌로 사회질서 확립과 사회정의 실현이 가능하였기 때문이다. This article wants to review classical Korean and Chinese literature in which women either file lawsuits or are also sued. In most cases, when a womanis sued or subjected to a lawsuit, if the protagonist is a filial daughter, virtuous daughter or lady, the case usually ends with a happy ending, material reward and social acclaim. This shows a side of the feudal society of ancient Korea and China, wherethe ethics of the social norm prevailed over the strictness of the law through litigation. On the other hand, in spite of good intentions and good behavior, unfairness may end up with resentment unresolved. This is also an example of the limitations of societyat the time when the legal process of litigation is a sort of way to embodying social justice, but the opportunity cannot be fully guaranteed to women in a feudal society of male-dominated system. Some women also publicly appeal to society and seek to resolvetheir grievances through retrial with becoming ghosts. This is because it enabled the restoration of the honor and even the inner dignity of Western women, and the establishment of social order and realization of social justice through punishment by publiclaw enforcement.

      • 韩 · 中古典文学中的女性与讼事

        李京美(Lee, Kyung mi) 한국중어중문학회 2020 한국중어중문학회 우수논문집 Vol.- No.-

        This article wants to review classical Korean and Chinese literature in which women either file lawsuits or are also sued. In most cases, when a womanis sued or subjected to a lawsuit, if the protagonist is a filial daughter, virtuous daughter or lady, the case usually ends with a happy ending, material reward and social acclaim. This shows a side of the feudal society of ancient Korea and China, wherethe ethics of the social norm prevailed over the strictness of the law through litigation. On the other hand, in spite of good intentions and good behavior, unfairness may end up with resentment unresolved. This is also an example of the limitations of societyat the time when the legal process of litigation is a sort of way to embodying social justice, but the opportunity cannot be fully guaranteed to women in a feudal society of male-dominated system. Some women also publicly appeal to society and seek to resolvetheir grievances through retrial with becoming ghosts. This is because it enabled the restoration of the honor and even the inner dignity of Western women, and the establishment of social order and realization of social justice through punishment by publiclaw enforcement.

      • KCI등재

        국내 배출원별 PM<SUB>2.5</SUB> 배출량 산정 및 배출 기여도 분석

        진형아(Hyung-Ah Jin), 이주형(Ju-Hyoung Lee), 이경미(Kyung-Mi Lee), 이향경(Hyang-Kyeong Lee), 김보은(Bo-Eun Kim), 이동원(Dong-Won Lee), 홍유덕(Youdeog Hong) 한국대기환경학회 2012 한국대기환경학회지 Vol.28 No.2

        The Ministry of Environment will enforce air quality standards for PM2.5 in 2015 because it affects human health as well as climate change and brings about other adverse effects. Until recently, even though a number of researches have reported PM2.5 emissions according to sources, they have not precisely considered the emission factors correspondent to each source for emission estimation. For the sake of establishing PM2.5 emission inventories, this study was undertaken using activity data of each source taken from CAPSS (Clean Air Policy Support System) multiplied by each emission factor of U.S. EPA Speciate or EEA CORINAIR. The 2008's total annual PM2.5 emission (73.971 ton/yr) can be apportioned into five sources, such as fuel combustion facilities (62.2%), mobiles (33.8%), production processes (3.2%), fires (0.4%), and waste treatments (0.3%). The results show that fuel combustion facilities and mobiles are the predominant sources of PM2.5, and they should be taken into great account in establishing PM2.5 standards. In addition, it is necessary and urgent to develop effective measures for reduction of PM2.5 emissions from those two main sources as well.

      • KCI등재

        Towards a City Branding System

        Kyung Mi Lee(이경미), Sirp De Boer(써드보아) 서울연구원 2010 서울도시연구 Vol.11 No.3

        대다수의 도시행정가들은 도시의 경쟁력을 지속하기 위해 도시브랜딩의 필요성을 인정한다. 기존 연구들은 도시브랜딩에 대한 다양한 논점들을 제공해 왔고 관련 요소들과 과정들을 제시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도시들이 ‘왜' 그리고 ‘어떻게' 기업가적 마인드를 도시브랜딩 패러다임으로 전환할 것인가에 대해서는 동의된 바가 거의 없다. 또한, 도시브랜드 관리를 위해 적합한 현실적이고 총체적인 기틀을 마련하는 데 있어서도 상당히 미비한 상태이다. 이러한 문제의 근본원인은 본질적 개념에 대한 이해의 부족에 기인한다고 보면서, 본 연구는 도시 브랜드의 개념 정립을 우선적으로 명확히 하고자 한다. 더불어 도시브랜딩의 특성을 살펴보고 도시브랜딩을 위한 시스템적 관점을 제시하는 데 목적을 두고자 한다. 본 연구는 실무적으로 필요한 도시브랜딩의 과정적 측면을 강조하면서 이론적으로는 기존의 도시마케팅 이론을 도시브랜딩 차원으로 확장시키는 데 기여한다. 현재의 연구는 시스템적 접근의 도시브랜딩을 위한 방향성을 제시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따라서, 향후의 연구는 도시브랜딩 시스템 모델을 근간으로 해 보다 많은 실증적 경험사례를 확보하고, 브랜딩 거버넌스를 위한 다이나믹스 및 메커니즘을 파악하는 데 집중될 필요가 있다. Many city administrations acknowledge the necessity of city branding to sustain the city's competitiveness. Research has provided diverse notions of city branding and presented relevant factors and processes, and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developing a more realistic and integrated framework to branding cities. However, there has been little consensus about why and how cities transform an entrepreneurial mind into a city branding paradigm. Literature is short of providing a realistic and holistic framework applicable to city brand management. Aiming to clarify the characteristics of city branding, our research suggests a systems approach to branding cities. With particular reference to managing the brand Amsterdam, the study outlines brand management process in terms of strategic interaction and intent, branding governance, city brand and its effects. Our research refers to the concept of city branding as a strategic, proactive, and systematic process for city brand management. Even though this research is limited to the descriptive study on the case of brand Amsterdam, the study contributes to extend the urban marketing discipline into a city branding theory and to introduce a city branding system. Further research needs to expand theoretical and empirical levels including more cities and to compare the dynamics within the city branding system.

      • KCI등재
      • KCI등재

        공동생산(co-production)에 기반한 공동체주택의 의미에 대한 탐색

        이경미(Lee, Kyung Mi), 민윤경(Min, Yoon Kyung) 한국지역사회복지학회 2018 한국지역사회복지학 Vol.0 No.66

        본 연구는 최근 주목받고 있는 서울지역의 공동체주택이 어떻게 등장하고 생산되는지, 그 의미는 무엇인지를 파악하고자 했다. 이를 위해 질적연구방법을 사용하고 문헌연구를 통한 논리적 추론을 병행했으며, 자료수집은 세평적 표집에 의해 선정된 서울 소재 공동체주택 4곳의 입주자와 공급자 및 서울시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심층인터뷰를 통해 진행했다. 그 결과, 주거비 부담을 낮추고 호혜적 관계망을 이룰 수 있는 공동체주택의 등장으로 입주자들은 주체성이 강화되는 경험을 하고 있었고, 이러한 변화를 가져오는 공동체주택은 새로운 주거 방식에 대한 입주자의 욕구와 공급자인 사회적경제 조직의 문제의식 및 적극성, 공공의 정책적 필요와 지원이 토대가 되어 형성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동체주택에 의한 ‘입주자의 주체성 강화'는 입주자의 역할과 인식, 문제해결 능력에 있어서 나타난 변화를 통해 확인되었다. 공동체주택의 입주자들은 주택의 생산 및 관리, 운영주체로서의 위상을 경험하고, 주택의 물리적 환경을 만드는 것에서 나아가 실거주자 누구나 내부 커뮤니티를 조성하고 외부로 확장하는 역할을 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입주자들은 공동체주택 자체와 공동체주택 거주 경험 모두 사회적인 것으로 인식하고, 신뢰관계 형성을 통해 문제를 해소하는 경험을 하고 있었다. 이러한 일련의 과정에서 작동하는 핵심적 기제는 ‘공동생산(co-production)'이었고, 이를 통해 공동체주택의 주체들은 각자의 부족함을 보완하고 시너지 효과를 내면서 주택을 생산, 관리, 운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입주자 주체성의 강화' 경험은 주거문제를 주도적으로 해결하고 주거복지 향상을 꾀할 수 있는 입주자의 역량 향상과 사회적 가족 형성을 통한 사회적 위험 방지에 대한 가능성을 시사한다. 이는 다양한 주거문제에 직면한 주거 취약계층의 주거복지 향상에 공동체 주택이 기여할 수 있음을 의미하며, 본 연구는 이윤추구와 사회적 가치를 동시에 추구하는 사회적경제 조직이 공동체주택의 공급자로서 이러한 필요를 충족하고 있음에 주목했다. This study started from the questions of how community housing, which has recently been attracting attention, has emerged and what implication it has. To figure out the implication, we used qualitative research methods and logical reasoning by literature review. As a result, the introduction of such a new housing system has enabled residents to experience strengthening of subjectivity. Further, the community housing appears to be established based on needs of residents, problem recognition and activeness of suppliers, and policy needs and supports of public institutions. The ‘strengthening of resident's subjectivity,' resulting from the community housing indicates that even tenants experienced a status as a subject in production, management, and operation of the community housing, and anyone, that actually lived in the community housing, could play a role of forming and expanding an internal community, as well as creating the physical environment of the community housing. Also, residents socially recognized the community housing itself and residential experience thereof and they tried to solve problems in the community housing through forming trust relationship. What is noteworthy here is that a core mechanism working in the process is co-production. The subjects of community housing, through co-production, make up for each other"s deficiencies and create synergy in the production, management, and operation of the community housing. This strengthening of residents" subjectivity implies that the residents" ability to cope actively with residential welfare problems can be enhanced by the community housing and that the residents can be prevented from social risks through forming a social family among the residents. This means the community housing can contribute to improvement of residential welfare for housing vulnerable groups. In addition, this study found out that social economy organizations, which pursue social values as well as commercial profits, may satisfy needs of housing welfare as suppliers.

      • KCI등재

        韓·中·日고전문학 속의 여성과 머리카락

        이경미(Lee Kyung Mi) 대한중국학회 2018 중국학 Vol.64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고는 고대 한중일 고전문학 속 여성의 머리카락의 의미를 현세적 의미와 초월적 의미로 나누어 분석해 보고, 그 속에 반영된 당시의 여성관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먼저 한중일 삼국 모두 유교적 윤리관을 바탕으로 자르지 않는 긴 머리야말로 ‘효'의 출발점으로 보았고, 또한 ‘젊음이 아름다움'이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길고, 칠흑같이 검고 풍성하며, 잘 정리된 머리카락을 지닌 여성을 아름다운 여성으로 간주함과 동시에 봉건적 종법 질서에 순응하는 여성으로 보았다. 한편 이와 반대되는 짧고 뻣뻣하며, 적거나 빠지는, 정리되지 않은 머리카락은 추하다고 여기고, 때로는 이를 확장시켜 내면적 추녀로까지 규정짓기도 하였다. 이처럼 머리카락은 여성의 아름다움과 추함을 가르는 현세적 미의 기준으로 작용하였을 뿐만 아니라, 초월적으로는 자신의 분신, 영혼의 일부 혹은 감정표출의 통로로까지 확장되며, 반대로 남성에게는 치명적인 유혹으로, 여성에게는 번뇌를 가져다주는 애욕과 욕망의 화신으로 인식되어 부정적이며 제거되어야 하는 이미지로도 발견되기도 하였다. 이러한 여성의 머리카락의 다면성은 한중일 삼국의 사상적·문화적·토양적인 차이를 통해 다양한 형태로 표현되었음을 알 수 있었다. In this article, we analyzed the meaning of the women's hair in ancient Korean, Chinese, and Japanese classical literature by dividing them into modern meaning and transcendental meaning, and also examined the women s view reflected in them. Because Confucian ethics took long hair, unharmed and not cut in any body part from parents was seen as the starting point of Hyo(孝), and on the perception that youth is beauty , she regarded women with long, rich black, well-organized hair as beautiful women and conformed to feudal order. To the opposite, women's short, stiff, or missing, unorganized hair is considered as ugly, and sometimes it is extended to define women's inner character. This hair not only served as a standard of modern beauty that separates the beauty and ugliness of women, but also transcendentally as a part of their own alter ego or soul, and as a result of being cut off to the image of love and faith by cutting to their lovers, as a deadly temptation toward men, as a negative incarnation of desire and desire to bring defilement to women The polymorphism of these women s hair can be seen in various forms through ideological, cultural and soil differences of the three countries of Korea, China and Japan.

      • KCI등재

        대학생의 글에 나타난 띄어쓰기 오류 유형

        이경미(Lee Kyung-mi) 어문연구학회 2018 어문연구 Vol.97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필자가 자신의 생각과 느낌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서는 글의 내용적인 측면과 형식적인 측면이 고루 갖춰져야 한다. 그러나 대학생들은 글쓰기의 형식적인 측면의 기본이라 할 수 있는 띄어쓰기를 어려워하고 있으며, 실제 글쓰기에서도 많은 오류를 범하고 있다. 이 논문은 대학생들의 실제 글쓰기 자료를 분석하여 띄어쓰기 오류 유형을 살펴 교수자가 이와 관련한 내용을 교육할 때 도움을 주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C대학교 교양 과목인 ‘기초글쓰기'를 2017년 2학기에 수강한 102명의 학생이 작성한 373편의 글을 대상으로 띄어쓰기 오류의 유형을 살펴보았다. 373편의 글 975개의 문장에서 1,268회의 오류가 나타났는데, 띄어쓰기 오류를 유형별로 살펴보면 용언류의 오류가 608회(47.9%)로 가장 많았고, 명사류의 오류 358회 (28.2%), 체언과 용언의 결합 시에 나타난 오류 189회(14.9%), 조사류의 오류 56회 (4.5%), 복합적 양상류의 오류 32회(2.5%)로 나타났고, 부사류의 오류가 25회(1.9%)로 가장 낮았다. 오류의 유형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용언과 보조 용언의 결합 시 나타난 오류가 514회 (40.5%)로 가장 많았고, 명사와 명사의 결합 시 나타난 오류 277회(21.8%), 용언과 의존 명사의 결합 시 나타난 오류 81회(6.4%), 용언에서 나타난 오류 70회(5.5%), 명사와 용언의 결합 시 나타난 오류 48회(3.8%), 용언과 명사의 결합 시 나타난 오류 33회(2.6%), 복합적 양상 32회(2.5%) 순이었다. For a writer to effectively deliver his or her thoughts and feelings, the piece of writing should be well composed in both form and content. However, many university students find it hard to use proper word spacing and commit many mistakes in their writing. To assist with the systematic teaching of word spacing, this article analyzed the patterns of word spacing errors in 373 writings of the 102 university students who took the elective course, Basic Writing. at University C, in the second semester of 2017. 1,268 errors were found in 975 sentences of 373 pieces of writing, including 608 errors with predicates (47.9%), 358 errors with nouns(28.2%), 189 errors with combinations of an uninflected word and a predicate (14.9%), 56 errors with postpositions (4.5%), 32 complex errors where two or more errors were combined (2.5%), and 25 errors with adverbs (1.9%). More specifically, errors that included a combination of both predicate and auxiliary predicates totaled 514 (40.5%), followed by errors involving a combination of nouns (277, 21.8%), errors involving the combination of a predicate and a bound noun (81, 6.4%), errors involving predicates (70,5.5%), errors with a combination of a noun and a predicate (48, 3.8%), errors with a combination of a predicate and a noun (33, 2.6%), and complex errors where two or more errors were combined (32, 2.5%). Much research shows that university students find it hard to use proper word spacing, which is the foundation of the form of writing, committing many errors in their writing. Various methods are used by teachers to teach the proper use of word spacing. However, in real education settings, time and other restrictions prevent them from teaching about the finer points of word spacing. Hopefully the analysis of patterns of word spacing errors in this article may help them in real education settings.

      • KCI등재

        한국어 학습자를 위한 형용사 '좋다' 구문의 특성과 교육 정보

        이경미(Lee Kyung mi) 어문연구학회 2015 어문연구 Vol.86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한국어의 동사와 형용사는 서술어로서 문장의 중심 역할을 한다. 서술어마다 같이 쓸 수 있는 어휘가 있고, 서술어에 따라 자릿수가 정해지며 어휘와 서술어가 결합하여 문장을 이루며 이를 통해 화자의 의사를 표현할 수 있다. 서술어 중의 하나인 형용사는 동사와 마찬가지로 활용을 하고, 일정한 논항 구조를 가지고 있으나 일반 화자의 형용사 논항에 대한 인식은 높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한국어를 외국어로 배우는 학습자들은 형용사를 사용하여 문장을 만들고 사용하는 것이 쉽지 않은데. 이 논문은 한국어를 배우는 외국인 학습자의 형용사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외국인 학습자를 대상으로 한국어를 가르치는 교수자에게 형용사 '좋다' 구문의 적절한 교육 방안을 제시하고자 형용사 '좋다' 구문의 특성을 살펴보았다. 현대 국어 사전에 나타난 형용사 '좋다'의 의미를 살피고, 이를 바탕으로 형용사 '좋다' 구문의 격틀을 유형화 한 뒤 세부의미를 정리하였다. 형용사 '좋다' 구문의 격틀과 상세의미를 제시하고, 각 유형에 나타난 '좋다 ' 구문의 특성, 제약, 유의어와 반의어를 살펴보았다. 이후 기존 한국어 교재에 기술된 형용사 '좋다' 구문의 용례를 살펴 그 유형을 간략하게 정리하고, 본고에서 제시한 유형과 비교해 보았다. 또한 교재에 나타난 형용사 '좋다' 구문의 문법 기술 내용과 설명 방식을 살펴보았다. 한국어 교육 현장에서 의사소통 능력의 향상과 언어지식의 습득 및 학습을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문법 항목에 대한 이해와 설명이 필요하다는 점을 지적하고, 이를 위해 한국어 교재나 실제 수업의 과제 활동에서 얻을 수 없는 문법에 대한 정보를 교수자가 제공해야 한다는 관점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외국인 학습자의 형용사 '좋다' 구문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교수자가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교육 정보를 제시하였다. The verbs and adjectives of the Korean language perform a central role in a sentence as a predicate. There are vocabularies that may be used together for each predicate. The cipher is determined depending on the predicate, vocabularies and predicates are combined to form a sentence, and through such, a speaker can express his or her intent. An adjective, which is one of the predicates, has conjugations, just as a verb, and has a certain argument structure, however, a general speaker's perception regarding the argument structure of an adjective does not seem high. In particular, it is not easy for learners who are learning Korean as a foreign language to form and use a sentence by using adjectives. This article examined the characteristics of the constructions of the adjective '좋다' to suggest an adequate education method of such for instructors teaching Korean. After examining the meaning of the adjective '좋다' as it appears in a contemporary Korean language dictionary, the case-frame of the constructions of the adjective '좋다' was categorized and the detailed meanings were organized. This article suggested the case-frame and detailed meaning of the adjective '좋다' and examined the characteristics, restrictions, synonyms, and antonyms of the '좋다' constructions appearing in each category. Afterwards, this article examined examples of the constructions of the adjective '좋다' as specified in existing Korean language textbooks and briefly summarized the categories, which were compared with the categories suggested by this article. In addition, the grammar describing the contents and explanation method of the adjective '좋다' appearing in textbooks were examined. The fact that understanding and explanation on grammar categories is needed in order to increase efficiency in studying and acquiring language knowledge and improved communication skills at Korean language education sites was pointed out, and for such, an educational plan that an instructor may utilize during classes was suggested to increase the understanding over the constructions of the adjective '좋다' for foreign learners learning the Korean language, based on the perspective that an instructor must provide information on grammar that cannot be obtained through task activities in actual classes or Korean language textbooks.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