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경신참변에 대한 중국 언론의 반응 -長沙 『大公報』를 중심으로-

          김주용 한국민족운동사학회 2012 한국민족운동사연구 Vol.0 No.70

          경신참변에 대한 중국 언론의 반응 -長沙 『大公報』를 중심으로- 김주용 중화민국 시기 국민계몽적 신문들이 많이 등장한다. 『대공보』는 진보적 색채를 띠고 천진에서 처음으로 발간되었다. 그후 상해, 장사에서도 『대공보』가 발행되었다. 이 글은 경신참변에 대한 장사 『대공보』의 기사를 분석하였다. 앞서 언급한 지역의 『대공보』보다 다양한 사례를 기사화하였기 때문에 장사 『대공보』의 기사를 중점적으로 다루었다. 먼저 장사 『대공보』에서는 경신참변의 전주곡인 이른바 훈춘사건도 취급하였다. 1920년 10월 2일 새벽 대규모의 마적단과 한인들이 북간도 훈춘 영사분관을 습격했다는 전문이 경원 일본군 수비대에 접수되었다. 이른바 ‘훈춘사건’이 세상에 공식적으로 알려지는 순간이었다. 이는 3ㆍ13운동 이후 지속적으로 성장해온 북간도지역 한인 독립운동단체에게 훈춘사건은 크나큰 재앙이기도 했다. 이 사건을 빌미로 일제는 대규모의 병력을 간도에 파견하였다. 일제의 ‘간도출병’은 독립운동의 책원지 가운데 책원지인 간도지역을 초토하려는 치밀한 계획이자 반인류적 행위의 상징처럼 화석화되었다. 훈춘사건과 ‘간도출병’은 쌍생아 처럼 각 언론에 보도되었다. 『대공보』는 중국 동북지역에서 자행되고 있었던 일제의 만행을 좌시할 수 없다는 당시 중국의 분위기를 대변한 듯하다. 그 보도의 특징을 정리하였다. 먼저 『대공보』는 초기 훈춘사건을 보도하면서 일본측의 정보를 받아서 게재하는 보도태도를 견지하였다. 한인들이 훈춘사건에 연루되어 있고 일본은 이를 바로잡기 위해 ‘간도출병’을 단행한다는 일본측의 입장을 여과없이 게재하였다. 물론 당시 불가피한 상황이기도 했지만 훈춘사건이 어떠한 파장을 일으키게 될 지 명확하게 인식한 것은 아니었다. 뿐만 아니라 『대공보』는 중국은 한인과 일본의 갈등이기 때문에 중립을 지키면서 사태를 주시하고 해결해야 한다고 문제의 해법까지 제시했다. 둘째 보도내용이 간도출병을 계기로 점차 바뀌기 시작했다. 일본군대가 중국 동북지역을 마음껏 유리하는 사실을 접하면서 충격에 빠진 중국인들의 인식이 그대로 반영된 것이다. 서북간도는 더 이상 중국인 관리들의 통치 범위를 벗어나고 있다는 점을 재차 강조하면서 북경정부의 강력한 대응의지를 주장했다. 셋째 경신참변의 실상을 보도하면서 장로회 선교사들의 경험담을 게재했다. 일제의 잔혹함이 자세하게 제재되었으며, 중국의 각성을 촉구하는 기사도 함께 실렸다. 간도침공의 목적이 일본이 간도를 자신들의 영토로 삼으려고 한다는 데 있다고 보도함으로써 중국인에게 영토침략이 가져온 폐해를 주지시켜 주었다. The response of Chinese media about Kyungsin Catastrophe(庚申慘變) -with Changsha(長沙) 『Dagongbao(大公報)』 as the center- Kim, Joo-yong Many citizen-enlightening Newspapers were appeared in the age of the Republic of China. 『Dagongbao(大公報)』 was progressive, It was published in Tianjin(天津) at first time. Afterward, 『Dagongbao』 was published in Shanghai(上海) and Changsha too. This thesis analyze the article of Changsha 『Dagongbao』 about Kyungsin Catastrophe(庚申慘變). This thesis use the article of Changsha 『Dagongbao』because it has diversity of instance compare with 『Dagongbao』 of another area. Changsha 『Dagongbao』 reported ‘Hunchun(渾春) Incident’ what the prelude of Kyungsin Catastrophe(庚申慘變). Kyungwon(慶源) Japanese Troops accepted the wire that the bandits and Koreans of large scale attacked North Jiandao Hunchun Branch Consulate at Oct. 2 1920. So-called, ‘Hunchun Incident’ became known formally. Since 3ㆍ13 Independence Movement, Korean Independence Associations of North Jiandao(北間島) that consistently grown-up. However ‘Hunchun Incident’ became ‘Big disaster’ to them. Japanese Imperialism used this incident as an excuse for sent large troops to Jiandao. The dispatch of Japanese Imperialism troops to Jiandao was elaborate plan in Jiandao Area where The Base of the Korean independence movements, And became the symbol of anti-human crime. ‘Hunchun Incident’ and The dispatch of Japanese Imperialism troops to Jiandao were reported the news like ‘Twins’. Changsha 『Dagongbao』 represented atmosphere of China what absolutely unforgived crime of Japanese Imperialism in Northeast China area. The peculiarity of news is as in the following. First, 『Dagongbao』 reported without any censorship to the information of Japanese Imperialism about ‘Hunchun Incident’ in the beginning . For example, Some Koreans get involved in ‘Hunchun Incident’, It brought about The dispatch of Japanese Imperialism troops to Jiandao. Take unavoidable circumstances into consideration, 『Dagongbao』 understood clearly ‘Hunchun Incident’ and its impact. In addition, 『Dagongbao』 suggested solution that China keep neutrality and observe the problems because the conflict of Korea and Japan. Second, Reports Changed gradually with The dispatch of Japanese Imperialism troops to Jiandao. The Chinese were devastated by The infringement to Northeast China of Japanese Imperialism troops. Their awareness were reflected in 『Dagongbao』. 『Dagongbao』 emphasised again that West-North Jiandao area turn off the China’s control area and required powerful will of Beijing(北京) Government Third, 『Dagongbao』 refored story of presbyterian missionary’s experiences in the Newspaper. It ran the article what the horror of Japanese Imperialism and encouraged awakening of the China at this time. 『Dagongbao』 reminded the invasion of Japanese Imperialism for want territorialized to Jiandao.

        • KCI등재

          東天 申八均의 독립운동 연구

          김주용 한국민족운동사학회 2009 한국민족운동사연구 Vol.60 No.-

          東天 申八均의 독립운동 연구 김주용 동천 신팔균은 조선후기 대표적인 무인 가문인 평산 신씨의 후예이다. 그의 조부는 강화도 전권대사인 신헌이며, 그의 부친은 한성판윤을 지낸 신석희이다. 1882년 서울에서 출생한 신팔균은 1900년 대한제국 육군무관학교에 입학하면서 본격적으로 군인의 길을 걷게 되었다. 하지만 그의 군대 재직 기간은 그리 길지 않았다. 일제의 군대해산 및 한국강점은 그로 하여금 항일독립운동에 눈을 뜨게 하였다. 고향 충북 진천으로 낙향하여 보명청년학교를 세워 교육운동을 통한 구국운동에 전념하였으며, 대동청년당에서의 활동은 그가 이후 중국에서 활동하는 데 지표가 되기도 했다. 1910년 대한제국이 일제에 의해 국권을 강탈당하자 항일투쟁의 무대를 국외로 옮기게 되었다. 그의 망명생활은 만주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중국 관내 등 다양한 활동무대를 중심으로 전개되었다. 그의 역정은 독립운동의 광범위성을 입증하는 중요한 잣대이기도 하다. 독립운동에 대한 신팔균의 열정은 그를 독립군 양성기관인 신흥무관학교로 이끌었다. 그는 만주지역에서 대한제국기 군인으로서의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신흥무관학교의 교관으로 학생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었으며, 남만주 한인사회의 지도적 인물로도 자리잡았다. 주지하듯 유하현 삼원포지역은 남만주독립운동의 메카였다. 동천은 1919년 서로군정서와 인연을 맺으면서 신흥무관학교에서 지청천ㆍ김경천ㆍ오광선 등과 교관으로 재직하였다. 신팔균은 1920년 일제의 간도침략으로 위축된 서간도 독립운동의 현실을 만회하기 위해 북경으로 활동무대를 옮겼다. 여기에서 그는 북경한교교육회와 북경한교구락부를 조직하여 한인자치 및 교육운동을 전개하였다. 뿐만 아니라 박용만 등과 함께 창조파에서 독립운동세력의 통합을 위해서도 노력하였다. 물론 군인으로서의 끈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었음은 두말할 필요도 없다. 이러한 그가 대한통의부의 요청을 받고 1924년경 다시 서간도로 돌아왔다. 대한통의부에서 그는 군사위원장 및 사령관을 겸임하면서 체계적인 군사훈련에 초점을 맞추면서 내부 통합에도 노력하였다. 하지만 이러한 그의 노력도 그리 오래 가지 못했다. 곧 그가 군사위원장에 취임한 지 채 두 달도 못되어 훈련도중 적의 급습을 받고 순국하였기 때문이었다. 이처럼 그가 독립운동을 전개한 것과 장렬히 순국한 것은 한국판 ‘노블리스 오블리지’의 전형이기도 하다. A Study on the Independence Movement of Dongcheon(東川) Pal-Gyun, Shin(申八均) Kim, Joo-yong Dongcheon(東川), Pal-Gyun, Shin(申八均) is a man of Pyung-san Shin’s clan(平山 申氏) what famous Soldier Clan in the latter period of Chosun(朝鮮) dynasty. Pal-Gyun, Shin was born in Seoul, 1882. He graduated The Greater Korean Empire(大韓帝國) Military Officer School(陸軍武官學校) at 1900. Since that time, he walked to ‘Soldier’s road’ But after Korean troops dispersion by Japanese imperialism, he returned hometown where North Chungcheong(忠北) JinCheon(鎭川) and established Bo-Myoung Youngman School(普明靑年學校). He concentrated on the educational save-the-nation movement. After the annexation of The Greater Korean Empire in 1910, He transfered fields of action to overseas like Manchuria and China mainland The passion of Pal-Gyun, Shin for Korea’s independence movement led him to Shin-Heung Military Officer School(新興武官學校) what the army for national independence training organization. He became the instructor of the Shin-Heung Military Officer School. He gave strong impression to students throughout abundance of experience of The Greater Korean Empire Soldier. Also he put down the main personage of Korean society in South Manchuria. As everybody knows, Yuha province(柳河縣) Samwonpo(三源浦) was the ‘Mecca’ of the Korean independence movement in South Manchuria. Pal-Gyun, Shin joined Seorogunjeongseo(西路軍政署) in 1919. He hold office the instructor of the Shin-Heung Military Officer School together with Cheong-Cheon, Ji(池靑天)ㆍKyung-Cheon, Kim(金擎天)ㆍKwang-Sun, Oh(吳光鮮) and others. Pal-Gyun, Shin transfered fields of action to Beijing(北京) in 1920 for overcaming the shrinking reality of the Korean independence movements in Seogando(西間島) In this place, he organized that Beijing Korean Education Unit(北京韓僑敎育會) and Beijing Korean Club(北京韓僑俱樂部). And he evolved to self-administration of Korean and educational movements. As well, he struggled for the unification of independence movements forces with Yong-Man, Park(朴容萬) of the Changjopa(創造派), Awording fo the reguest of Daehantongeuibu(大韓統義府), he returned to Seogando in 1924. He hold office the Military Chairman and the Commander in Daehantongeuibu. He emphasized of the organizational military drill and struggled for the interior unification. But he died by on assault during military drill. Like this, his independence movements and dying for his country was a type of ‘Noblesse oblige’ in Korea. Key word:Military Officer School(陸軍武官學校), Shin-Heung Military Officer School(新興武官學校), SeoroGunJeongseo(西路軍政署), Beijing Korean Education Unit(北京韓僑敎育會), Beijing Korean Club(北京韓僑俱樂部), Yong-Man, Park(朴容萬), Daehantongeuibu(大韓統義府)

        • KCI등재
        • KCI등재

          AHP 분석에 의한 무인타워크레인 사고 요인의 중요도 순위

          김주용,정영철,김광희 한국건축시공학회 2020 한국건축시공학회지 Vol.20 No.6

          In Korea construction industry, researches are being conducted to reduce the disasters related tower crane due tothe increase of tower crane’s usage and accidents continuously. Although the usage amount of remote control towercrane has been increasing recently, the research on remote-control tower crane is insufficient. In this study, theimportance ranking of remote control tower crane's accident factors derived by AHP analysis. AHP questionnaire wasconducted to engineers (or operators) like construction site engineer, construction manager, safety engineer, and towercrane operator, who have more than 10 years career. The results of AHP analysis reveal that top ranking factor ofremote control tower crane's accident is lifting work for materials. Therefore, the high importance factors should bemanaged, and taken the priority measures for reducing the tower crane accidents by using the results of this research. 국내 건설 현장 타워크레인의 사용량 증가에 따른 재해감소를 위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지만 무인타워크레인에 대한연구는 미비한 실정이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타워크레인유형별 사고 요인의 중요도 순위를 AHP 분석을 통해 도출하여 제시하고자 한다. 분석 결과 무인타워크레인에서 인양 작업이 가장 높은 중요도를 보였다. 본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중요도가 높은 요인을 우선적으로 관리하여 타워크레인 사고저감을 위한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 KCI등재

          남한의 구석기유적의 제4기 지층, 형성 환경 및 시기 연구

          김주용,이헌종,양동윤 한국구석기학회 2002 한국구석기학보 Vol.- No.6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동해안 망상동 기곡 구석기 유적의 제4기 지질연구

          김주용,최승엽,양동윤,오근창,김진관 한국구석기학회 2007 한국구석기학보 Vol.- No.16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대전 용산동 구석기 유적의 제4기 지질 연구

          김주용,양동윤,홍세선,김환일,김진관,오근창 한국구석기학회 2007 한국구석기학보 Vol.- No.15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신체화 집단의 자동적 주의편향 : 사건관련전위 연구

          김주용,배경열,오수성 대한신경정신의학회 2014 신경정신의학 Vol.53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Objective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automatic attentional bias to disease/body-related stimuli in individuals exhibiting somatization tendencies using Event-Related Potential (ERP). Methods The participants were classified according to somatization and control groups based on the somatization symptom scales of the Symptom Checklist-90-Revised and Somatosensory Amplification Scale scores. ERP were recorded in the somatization and control groups while participants were performing the task to respond with neutral (standard stimuli) or disease/body-related words (target stimuli). We compared N100, P200, and P300 ERP components between the two groups. Results In the somatization group, the reaction times to disease/body-related words were faster than for neutral words. In ERP analysis, N100 to standard stimuli was not observed in the somatization group. The somatization group showed higher P200 and P300 amplitudes to target stimuli than standard stimuli. On the contrary, in the control group, no difference in P200 and P300 amplitudes was observed between target and standard stimuli. Conclusion It is suggested that individuals exhibiting somatization tendencies have automatic attentional bias to disease/body-related stimuli and interpret disease/body-related stimuli as self-relevant stimuli.

        • KCI등재

          후기 갱신세의 육성 항성환경 층서와 인류의 활동

          김주용,양동윤,봉필윤,남욱현,이상헌,오근창 한국구석기학회 2004 한국구석기학보 Vol.- No.9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