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아프리카」熱帶農業

        韓相麒 濟州大學校 亞熱帶農業硏究所 1984 亞熱帶農業硏究 Vol.1 No.-

        인류역사가 아프리카 열대지방에서 시작되었다는 설이 있으나 아프리카 농업의 농경역사는 매우 짧다. 간혹 발전된 농업을 실시하고 있는 지대도 있으나 아프리카 대부분의 나라가 얼마전까지만 해도 서구제국의 식민지였기 때문에 그들의 식민지 정책과 부합되는 공예작물 위주의 농업체제에서 아직도 탈피치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따라서 식량작물의 재배기술이 매우 미진하다. 아프리카 열대지방의 현행 식량생산을 위한 농업의 특징을 든다면 첫째로 생존을 위한 자급자족 소농농업체제라는 점, 휴한화전농업이 성행하고 있다는 점, 혼식작부체제를 따르고 있다는 점 그리고 농업기반조성이 전혀 되어있지 못하였다는 점 등이다. 아프리카 열대지방의 계절은 대체로 우계와 건계로 나뉜다. 우계기간의 장단과 강우량에 따라 농작물 분포와 재배패턴이 상이하다. 비가 많이 오는 지대에서는 구근작물 특히 카사바, 얌 그리고 토란류 등이 많이 재배되고 비가 짧게 그리고 적게 오는 지대에서는 수수, 조, 옥수수와 같은 화곡류와 동부, Peagioa pea와 같은 두과작물이 많이 재배되고 있다. 해발 2,000m까지의 고지대에서는 옥수수, 고구마, 카바사, 수수, 조 등이 재배되고 있고 그 이상의 고랭지대에서는 감자재배면적이 최근 늘고 있다. 아프리카 토양은 토질형성발전상 가장 오래된 것이므로 그 토양이 환경요인에 따라 유실, 소모, 퇴화되기 쉬운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때문에 수풀을 개간하면 곧 다우와 고온에 의해서 토양유실이 극심하고 토양 무기양분, 유기물과 유용미생물 등이 급격히 감소하여 지력이 급감한다는 사실이다. 최근 도시화로 인하여 유능한 농업인구가 급감하고 있고 서방제국들의 무상식량원조에 따라 농업생산을 크게 등한히 하는 경향이 점차 농후하여지고 있다. 그리고 외채상환을 위하여 각국의 농업정책이 식량작물보다는 수익성 작물의 생산에 아직도 역점을 두고 있기 때문에 식량생산은 인구증가를 따르고 있지 못하다. 상기의 식량생산 저해요인 때문에 식량생산은 연 4%씩 감소하는 반면 인구는 평균 2.5% 내지 3%씩 증가되고 있기 때문에 이것은 세계의 큰 관심사가 되어 있다. 앞으로 이와 같이 불어나는 인구를 부양하기 위하여는 식량증산기술이 어느때보다도 더욱 긴박하게 요청되고 있다. 이 식량증산을 위하여 다음과 같은 과제를 제기할 수 있을 것이다. 1. 식량위주농업으로의 전환 2. 용수개발이용 3. 토착작물의 개량 4. 인력의존탈피 5. 토양유실, 지력감퇴방지 6. 휴한화전농업의 지양 7. 토지이용의 효율화 8. 작부체제 개선 9. 지도체제개발수립 10. 농산물 유통체제 개선 11. 재해 방제 12. 농업교육연구강화 13. 생산 인센티브 부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후보

        자연화된 인식론과 인식론의 자율성

        한상기 범한철학회 2004 汎韓哲學 Vol.35 No.4

        이 논문의 주된 목적은 다양한 스펙트럼을 보이는 자연화된 인식론들 사이에서 전통적 인식론에 대한 자연화된 인식론자들의 태도를 근거로 최소한의 공통 특징을 찾아보려는 것이다. 전통적 인식론의 특징은 대체로 다음 세 가지 기본주장으로 간추릴 수 있다. 첫째, 인식론은 선천적 성격을 띤다. 둘째, 인식론은 규범적 성격을 띤다. 셋째, 인식론은 자율적 학문이다. 자연화된 인식론은 이 세 특징에 대한 태도와 따로 떼어서 생각할 수 없으며, 그래서 자연화된 인식론은 대략적으로 전통적 인식론의 이러한 특징들 중 적어도 하나 또는 그 이상을 거부하는 인식론이라고 특징지을 수 있다. 하지만 이 세 특징들 중 어떤 특징들을 거부하는가에 따라 자연화된 인식론자들은 저마다 다른 입장을 취한다. 이 논문에서 필자는 궁극적으로 자연화된 인식론자들이 첫 번째 기본주장과 두 번째 기본주장에 대해서는 저마다 다른 태도를 취할 수 있지만, 세 번째의 인식론의 자율성 주장에 대해서만큼은 공통으로 반대 입장을 취한다는 것을 보이고자 한다. Perhaps unfortunately, naturalized epistemology has a number of variations. This paper aims to seek the common features of various views of naturalized epistemology. We can find three distinctive aspects or features of traditional epistemology: (1) the autonomy of epistemology, (2) the normative character of epistemology, and (3) the a priori character of epistemological claims. Naturalized epistemology might be characterized by its typical rejection of one or more of these features. This paper aims to show that naturalized epistemologists might take different attitudes toward (2) and (3), but enter into a closely alliance with the rejection of (1).

      • KCI등재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