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耽羅神話에 보이는 女性性의 역사문화적 의미

        전영준 동국역사문화연구소 2016 동국사학 Vol.61 No.-

        제주의 문화자산으로서 신화에 대한 새로운 인식과 재평가의 움직임은 다양한 탐라신화에 대한 선학들의 연구에 기반을 두고 있다. 여성에 대한 남성의 지배가 당연한 자연법칙처럼 믿고 있는 사람들에게 충격적이라 할 만큼 탐라신화에는 지 혜롭고 강인한 여성상이 등장하며, 이들에 대해 주목하는 최근의 연구는 제주 사 회의 구성요소에 대한 본질적 탐구라 할 만하다. 제주도의 독특한 종교문화는 열악한 제주여성들의 삶의 정황에 기인한 것이 다. 絶海孤島의 지리적 제한, 척박한 자연환경과 어려운 역사적 상황 속에서 제주 여성들은 집안일, 밭일, 바닷일에 더해 사회적 역할까지 감내해야 하는 고난의 삶 을 살아내야 했다. 삶을 위협하는 자연의 변화에서 생명 보존과 풍요에 대한 강한 염원은 초월적 존재에 대한 신앙과 敬畏로 표현되었다. 다양한 성격의 신화와 공 간이 창출되었고, 신앙 공간의 주된 행위자는 척박한 제주 사회를 이끌었던 여성 이라는 점이다. 장기간에 걸친 여성 우월적인 문화패턴이 인류역사 초기에 존재했었음을 알리 는 증거들은 여러 민족의 건국신화에 잘 드러난다. 性的인 역할과 능력에 대한 기대치가 근래에 들어 크게 달라지면서 우리의 각별한 관심을 끄는 것은 인류 역 사의 초기에는 여성우월적인 문화패턴이 자연스러운 것이었으며, 더욱이 그런 시 대가 아주 오랫동안 지속되었다는 것 또한 역사적 사실이다. 인간생활의 총체적인 표현이 역사이며, 이것에는 생활습속을 포함한 신앙, 의 식의 한 형식으로 신화를 품고 있다. 제주에 전승되고 있는 풍부한 내용의 신화는 그럴 만한 역사적 배경 위에서 가능한 일이었다. 원래 신화의 형성은 이성의 지배, 과학기술의 발달이나 산업화 현상 등 합리주의의 근대적 요소들과는 공존하기 어 려운 것인데, 제주인의 역사는 이 같은 反신화적인 요인들이 비교적 약했다는 것 이다. 이렇게 볼 때, 탐라신화의 형성과 전승과정에 잘 드러나는 여성적인 감성 요소들이 많이 발견되는 것은 제주의 역사가 전근대적인 단계에 오래 머물렀다는 사실에 기인한다. 근대 유럽의 계몽적 합리정신이 추상적인 자연법칙을 발견하고 자연과학과 테 크놀로지를 이용하여 기계문명과 산업사회를 일으켰던 역사는 남성적인 이성능력 의 소산이었다. 반면, 합리주의와 산업문명에 의해 마멸되지 않은 소박한 인간성 의 온존상태와 같은 여성적인

      • KCI등재

        모성보호제도가 기업조직성과에 미치는 영향 - 수도권 기업과 비수도권 기업에 대한 비교 연구 -

        전영준,남태우 한국지방행정학회 2019 한국지방행정학보 (KLAR) Vol.16 No.3

        As women have increasingly participated in economic activities, a conflict between work and family roles has emerged as an important social problem. The national government enforces firms to address and soothe the conflict by various policies and programs for female workers. The maternity protection programs are expected to increase the level of the work-family balance in Korea. Analyzing the panel data from the Workplace Panel Survey in 2007, 2009, 2011, and 2013, this empirical study aims to examine the effect of the maternity protection programs on firm performance, focusing on the comparison between firms in the capital region and those in the non-capital one. The following findings merit attention. Overall, the number of the maternity protection programs that firms in non-capital regions implement is less than that of firms in the capital region. In firms located in the capital region, the more the maternity protection programs are implemented, the lower the employee turnover rate is and the more innovative the firms are. In firms in non-capital regions, the hypothesized effects are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This gap hints at the necessity of the policy for avoiding decoupling. 본 연구는 여성들의 사회진출이 확대됨에 따라 일과 가정에서의 역할을 병행하며 발생하는 일과 가정의 갈등(work-family conflicts) 완화를 위해 정부에서 기업을 대상으로 시행한 모성보호제도가 수도권과 비수도권에 위치한 기업의 조직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실증분석하였다. 이를 위해 한국노동연구원에서 주관한 ‘사업체패널조사(Workplace Panel Survey)’의 2007, 2009, 2011, 2013년 데이터를 활용하여 패널 회귀분석을 시행하였다. 기업에서 도입한 모성보호제도 관련 프로그램의 수가 수도권과 비수도권에 유의미한 차이가 있다는 결과를 바탕으로 하여, 이러한 프로그램의 얼마나 많이 도입하고 있는지가 기업의 조직성과에 영향을 미친다는 가설을 검증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기업에서 모성보호제도와 관련된 프로그램을 도입한 수가 많을수록 수도권 위치 기업에서의 근로자 이직률을 감소시켰으며 비수도권 위치 기업의 경우 어떠한 영향도 미치지 않았다. 둘째, 모성보호제도 관련 프로그램을 더 많이 도입한 수도권 기업에서는 근로자의 주도적 혁신활동이 더 적극적으로 나타났으나, 비수도권의 경우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통해 다음과 같은 정책적 함의가 도출된다. 지방에 위치한 기업들의 경우 모성보호제도 프로그램들이 조직성과에 전반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위해서는 프로그램의 도입이 최소한의 일정 수가 유지될 필요가 있다. 또한 수도권에 위치한 기업과 지방에 위치한 비수도권 기업 모두 조직성과의 향상을 위해 모성보호와 관련된 프로그램 수의 증가와 더불어, 도입 후 운영을 하지 않는 ‘디커플링 현상’을 지양하고 적극적으로 프로그램을 활용하고 이에 대한 기업의 투자가 뒤따라야 한다.

      • KCI등재
      • KCI등재후보

        코린토 전ㆍ후서에 나타난 사도 바오로의 신비신학

        전영준 한국가톨릭신학학회 2009 가톨릭신학 Vol.15 No.-

        가톨릭교회 내에서 신비 체험은 경험적이고 실천적인 측면과 사변적이고 인식론적인 측면으로 구분된다. 사도 바오로의 신비신학을 연구하는 적합한 방법 중의 하나는 사변적이고 인식론적인 측면에서 접근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 접근법의 하나가 바로 부정신학의 방법론이다. 가톨릭교회 역사 안에서 부정신학적 방법론을 가지고 신비 체험과 신비신학을 연구한 사람은 많다. 예를 들어, 니싸의 그레고리오, 위-디오니시오, 『무지의 구름』의 익명의 저자, 십자가 요한 등이 있다. 물론 그리스도교 이전에 활동했던 ‘동굴의 비유’와 함께 부정의 방법으로 신비철학을 전개하였던 플라톤의 영향도 무시할 수 없을 것이다. 사도 바오로가 1코린 13,12와 2코린 3,18에서 신약성경 상에서는 유일한 단어를 사용하여 하느님에 대한 간접적인 인식을 언급한 것은 그가 이미 부정신학의 관점에서 신비신학을 전개하는 방법을 알고 있었다고 볼 수 있다. 그러므로 사도 바오로는 자신의 신비신학을 부정신학적 관점에서 전개한다고 말할 수 있다. 한편, 현대 신학자들이 자주 사용하고 있는 역사-비평적 성경 주석 방법론은 성경 본문을 신비적으로 해석하려는 경향을 강하게 배제한다. 하지만, 가톨릭교회 역사에서 성경을 해석할 때, 영적이고 신비적인 의미를 살피면서 해석하던 방법은 특히 교부들에 의해서 오랫동안 광범위하게 사용되었다. 오늘날 교회 문헌에서도 교회 전통적인 해석 방법을 재확인하고 있다. 사도 바오로를 열심히 연구했던 아우구스티누스도 자신의 신비 체험을 통해 얻게 된 하느님과의 합일의 지식을 설명할 때, 자신의 주장의 근거로 코린토 전·후서를 자주 인용하였다. 그러므로 오늘날 성경을 이해하는 데 있어서, 특히 영성신학 안에서는 영적이며 신비적인 해석의 전통에 따라서 신비신학적인 관점으로 사도 바오로를 연구할 수 있다고 말할 수 있다. 결론적으로, 신비 체험은 꼭 경험적인 측면에서만 설명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하느님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깨닫는 것이 곧 하느님과의 합일의 길인 것이다. 그리고 이렇게 하느님에 대한 올바른 지식에 다다르기 위해서는 하느님의 사랑을 우리 신앙인들도 온전히 실천해야만 한다. 이것이 코린토 전ㆍ후서를 통해 살펴본 사도 바오로 신비신학의 가르침이다. In the Catholic Church, the Mysticism has been viewed with the experiential and practical point and the speculative and cognitive one. Among two of them, the speculative and cognitive methods are more appropriate for studying St. Paul’s mystical theology. And the apophatic theology is one of those methods. In the history of the Catholic Church, there were many scholars to study the mystical experience and theology by the apophatic theology such as Gregogy of Nyssa, Pseudo-Dionysius, the author of The Cloud of Unknowing, and John of the Cross. Before Christianity, of course, there was Plato who described the allegory of the cave with the apophatic approach, and whose influence might be important in Christian period, too. It seems that St. Paul already recognized the apophatic method to study the mystical theology since he mentioned indirect awareness of God with the word, hapax legomenon in 1 Cor. 13,12 and 2 Cor. 3,18. Therefore, we can say that St. Paul explained his mystical theology with the apophatic method. On the other hand, many modern theologians who have tendency to use historical-critical method, a popular one today on interpreting the bible deny the mystical exegesis of the biblical texts. Throughout the history of the Catholic Church, however, there has been many other methods to find a spiritual and mystical meaning in the Bible. And also many Church Fathers often used those methods, which are emphasized in the contemporary documents of the Church, today. St. Augustine, who studied intensively about St. Paul’s thoughts, cited the first and second Corinthians as a proof while he mentioned ‘seeing God’, namely a knowledge of the mysticism, acquired from his own experience. Therefore, we can interpret St. Paul’s Epistles with the viewpoint of the mystical theology in the field of the spiritual theology. In conclusion, the mysticism can be explained not only by the experiential viewpoint, but also by the cognitive one while we understand completely about the true knowledge of God. For understanding God as a whole, it is necessary to practice the true love like His love. This is St. Paul’s instruction on the mystical theology according to the first and second epistles to the Corinthians.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