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후보
        • KCI등재

          21세기 한국 사회에서 제3세대 재일조선인의 담론 구성-축구 선수 정대세를 중심으로-

          조영한 이화여자대학교 한국문화연구원 2017 한국문화연구 Vol.33 No.-

          This study examines South Korean discourses on the 3rd generation of Zainichi by exploring the media representation of Jong, Tae-se. In so doing, it aims at illuminating how the re-configuration of Zainichi Korean subjectivities reveals both the continuity and rupture of colonial and Cold War systems in the 21st century South Korea. Jong is a soccer player born in Nagoya, Japan, and he holds South Korean citizenship through his father but decided to play for North Korea during the 2010 World Cup. Put simply, Jong is a South Korean citizen, a North Korean passport holder, and a Japanese permanent resident. This study examines the Korean media discourses on Jong between 2007 and 2013. The major characteristics of the Jong-discourse can be divided into three dimensions: 1) as a flexible citizenship, 2) as a living history, and 3) as an ideological battleground. As a sport star, he seems to exemplify a new generation of a Zainichi Korean, who neither belongs to any nation, nor is limited by fixed or essentialist notions of nationality. However, his multiple and contested identities keep him tethered to anti-Japanese and anti-communist issues in South Korea. His presence and representation in the media conjure histories such as colonial and Cold War experiences in South Korea. The analysis of the Jong-discourse shows that the current Korean society is still harnessed by the colonial and the Cold-War memories, wounds and structural remnants. In examining diverse discourses on Jong, this study discusses both the possibilities and the limits of Zainichi subjectivities as a tool for de-colonial and de-Cold War imagination in South Korea society. 본 연구는 21세기 한국 사회에서 제3세대 재일조선인의 담론 양상을 살펴보기 위하여 2010년 월드컵 대회에 북한 대표팀으로 출전하여 스타가 된 정대세 선수에 대한 언론 보도를 분석한다. 정대세는 일본 나고야에서 출생한 제3세대 재일조선인으로서 아버지로부터 한국 국적을 물려받았지만, 월드컵 출전을 위하여 북한 여권을 발급받았다. 2010년 월드컵의 활약으로 정대세는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으며 월드컵 이후에는 독일, 한국 그리고 일본에서 프로축구 선수로 뛰고 있다. 자신의 정체성 및 생각을 뚜렷하게 표현하는 정대세는 한국 언론을 통하여 많이 소개되면서 한국 사회에서 큰 이슈가 되기도 하였다. 본 연구는 2007년부터 2013년까지 정대세에 대한 한국 언론을 분석하여 주요 담론의 특성을 크게 세 부분으로 나누었다. 그 결과 정대세 담론은 유연한 시민권자로서, 살아있는 역사로서, 그리고 이데올로기 분쟁의 장으로 제3세대 재일조선인을 상징적으로 구성하고 있음을 주장한다. 정대세에 대한 한국 미디어의 담론은 여전히 한국 사회에 식민과 냉전의 기억, 상처 그리고 구조적인 잔재가 남아있음을 시사해준다. 궁극적으로 본 연구는 제3세대 재일조선인의 대표적 개인으로 정대세에 대한 한국 사회의 담론을 분석함으로서 한국 사회의 탈식민 및 탈냉전의 가능성을 재고해보고자 하였다.

        • KCI등재

          IgY 및 Bacillus subtilis 의 복합첨가제 급여가 한우 송아지의 장내미생물 및 증체에 미치는 개선 효과

          조영한,박연수,송영한 강원대학교 동물자원공동연구소 2020 동물자원연구 Vol.31 No.4

          This study aimed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probiotic treatment with IgY and Bacillus subtilis complex on diarrhea and weight gain in Hanwoo calves. Bacillus and E. coli levels were measured in the feces of calves post probiotic administration. Subsequently, calves with diarrhea were divided into two groups. The total and daily weight gain was measured in 23 calves after three months of suckling and divided into three groups. In Test 1, Bacillus was detected of the control group constantly at 104 CFU/g; a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was observed between the treatment and the control groups on the 1st and 3rd day (p<0.05) but not on the 7th day, confirming that the Bacillus subtilis survived in the intestine only until the 7th day. The treatment and control groups in Test 2 did not show any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E. coli levels. However, comparison of changes in the E. coli levels showed a decreased of 6.39×108±9.80×108 CFU/g in the control group increase by 1.54×109±2.16×109 CFU/g, and, a decrease by 1.47×109±2.20×109 CFU/g; a decrease of by 4.20×107±3.90×108 CFU/g was observed in the treated group, an increase by 7.19×108±2.04×109 CFU/g, anda a decrease by 9.22×108±1.79×109 CFU/g. The changes in, control group were more rapid than in the treatment group. Therefore we hypothesize that probiotics inhibit E. coli growth. A concurrent improvement in weight gain was observed following probiotic administration. The IgY and Bacillus subtilis probiotics complex used in this study can be effectively used for the prevention and treatment of calf diarrhea.

        • KCI등재

          월경하는 아시안 스포츠 셀러브리티와 유동적 시민권:한국과 중국의 2008년 베이징 올림픽 보도를 중심으로

          조영한 한국스포츠사회학회 2014 한국스포츠사회학회지 Vol.27 No.4

          본 연구는 2008년 북경 올림픽 탁구 종목에서 한국 국가대표로 참가한 중국계 선수인 당예서에 대한 한국과 중국의 언론 보도 양상을 비교분석하였다. 이를 위하여 2008년 1월부터 12월까지 한국과 중국 미디어가 재현한 당예서의 주요한 담론의 특징을 찾아내고 이를 바탕으로 현재 한국과 중국 사회에서 이주, 귀화, 그리고 민족 및 국가 정체성이 재구성되는 양상을 이해하고자 하였다. 당예서에 대한 한국 언론 담론의 주요 양상은 개인의 선택으로 이주, 힘겨운 코리안 드림, 그리고 다문화라는 새로운 한국 사회로 나누어 살펴보았다. 또한 중국 언론에 나타난 당예서 담론의 주요 특징은 변할 수 없는 조국론, 개인적 선택의 존중 그리고 대중으로서의 중국으로 나누어 분석하였다. 한국과 중국의 언론 담론을 비교 분석함으로서 본 연구는 국경과 민족의 경계를 횡단하는 스포츠 셀러브리티가 각 사회의 변화 및 이데올로기적 특성을 반영하는 상징적으로 반영하고 있음을 보여주었다. 궁극적으로 아시안 스포츠 셀러브리티에 대한 분석은 세계화 및 다문화의 변화를 경험하는 현대 한국과 중국을 이해하고, 아울러 아시아 사회가 당면한 국적 및 민족 정체성의 재구성, 아시아 국가들 간의 새로운 관계 및 아시아 지역주의를 탐색하는 주요한 지점을 제공하였다. This study examines the media discourses on a migrating sport celebrity during the 2008 Beijing Olympic in South Korea and China. Tang Yeo-so, who is a Chinese diaspora, migrated to South Korea and has finally become naturalized in 2008. Later, she was selected as the national team for the women’s table tennis during the 2008 Beijing Olympic. By examining the media representation of Tang both in South Korea and China, this paper explores how the issues such as migration, naturalization and national identity have been perceived in each society. It suggests that the Korean discourses on Tang could be summarized as three categories such as migration as a personal choice, hard road to a Korean dream, and a symbol for new Korea. Meanwhile, Chinese discourses on Tang were also characterized as homeland as an immutable concept, respect for personal choice, and new China as a powerful country. This study argues that the examination of sports celebrity will contribute to explicating the changing concepts on citizenship, migration and national identities and developing ideas on regional relations and regionalism in Asia.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