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일반논문 : 낙오자와 영원인 -서정주의 신라 기획과 전율의 시학-

          정영진 ( Young Jin Jeong ) 반교어문학회 2015 泮橋語文硏究 Vol.0 No.41

          서정주는 당대의 허무주의를 현대 서구문명의 병폐로 이해했으며 신라정신을 통해 이 문제를 극복하고자 했다. 이 글에서는 우선 서정주의 신라정신이 그가 상상한 신라 사회에서 어떤 방식으로 기능하고 있었는지 살펴봄으로써, 서정주의 신라 기획이 사회문화적 가치체계로서 제안된 것이었음을 보여주고자 한다. 서정주가 상상한 신라 사회는 현실규범과 현실논리에서 낙오한 이들이 영원성의 세계 속에서 재생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사회였다. 이 ‘낙오자’들은 비록 현실로 복귀할 수 없지만 영원성의 세계에 거주하면서, 신라인들에게 영원성의 세계를 현시한다. 즉, 그의 신라 기획은 사회통합적 성격을 내포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서정주의 시에는 이러한 신라사회의 모습이 전혀 드러나지 않는다. 뿐만 아니라 서정주는 서구정신과 신라정신의 대립이나, 현실세계와 영원성의 세계의 관계 역시 시에서 다루지 않는다. 그의 시에서 신라의 ‘영원인’들은 현실사회에서의 낙오자의 성격이 삭제된 채, 사랑의 주체로 나타난다. 이들은 다만 새로운 앎과 감동을 소유하고 절대적 세계를 현시한다. 즉, 신라 기획의 일부만이 시에 바쳐졌다고 할 수 있는데 이는 서정주의 시인식에 따른 결과이다. 서정주는 현대시가 ‘전격적 쇼크’ 혹은 ‘전율’로 체험되어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신라 기획의 사상적 성격을 모두 제거하고, 불사(不死)의 이미지로 전형화 된 영원성의 세계만을 시화(詩化)했다. 불사의 이미지들은 현실 전부를 점유해버리는 현실초과의 성격을 띠는데 이로 인해 그것은 영원성으로 감각된다. 다시 말하면 현실에서의 절대성이 영원성으로 치환되고 있는 것이다. 서정주 시(중기시)의 개성(스타일)의 확립은 신라정신이라는 보편적 사상 기획에 근거한 것이기는 했지만, 동시에 순수시에 대한 신념과 현대사회에서의 시의 효과에 대한 그의 시인식에 따라 신라 기획의 일부만을 미학화 한 결과였다. Seo Jeong-ju understood nihilism at the time as a social ill of modern western civilization, and sought to overcome this problem through the Silla spirit. This article seeks to show that the Silla planning of Seo Jeong-ju was suggested as a sociocultural value system by examining how Seo Jeong-ju`s Silla spirit was functioning in the Silla society he imagined. The Silla that Seo Jeong-ju imagined was a society allowing those who failed in terms of the norms of reality and logic of reality to be born again within the world of eternity. Although these losers may not return to reality, they could show the world of eternity to the people of Silla, while residing in the world of eternity. Seo Jeong-ju`s Silla planning implied a character of social integration. However, Seo Jeong-ju`s poetry do not reveal such features of the Silla society at all. Not only that, Seo Jeong-ju does not deal with the conflict between the western spirit and Silla spirit an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world of reality and world of eternity in his poetry. The ‘people of eternity’ of Silla appear as the main agents of love in his poetry, and these agents display an absolute world and possession of new knowledge and impression. Thus, in other words, only a part of the Silla planning has been dedicated to his poetry, which is a result of Seo Jeong-ju`s cognition on poetry. Because Seo Jeong-ju believed that modern poetry must be experienced through ‘lightning shock’ or ‘thrill’, he removed all ideological characters of Silla planning, and only treated the world of eternity, which was embodied through the image of immortality, in poetry. The establishment of personal characteristics (style) of Seo Jeong-ju`s poetry (middle-period poetry) was based on the planning of a universal idea called Silla spirit, however, was also a result of treating only a part of the Silla planning aesthetically based on his cognition on poetry, concerning the effect of poetry in modern society and his principle on pure poetry.

        • KCI등재

          1950년대 가난과 보수주의 시학

          정영진(Jeong, Yeong-Jin) 동악어문학회 2015 동악어문학 Vol.64 No.-

          1950년대 경제적인 가난은 명백한 사실이다. 하지만 시에서는 별로 가난에 대해 관심이 없었다. 궁핍한 생활에서 비롯한 고독과 비애의 정서를 발견하기는 쉽지만, 가난을 전면적으로 다루는 시들은 아주 적다. 서정주는 말한다. “가난이야 한낱 남루에 지나지 않는다.” 이렇게 말할 수 있는 까닭은 무엇일까. 이 글은 서정주의 시를 당대 한국 현실을 리얼하게 다룬 소설들과 겹쳐 읽으면서, 서정주 시의 미적 이데올로기와 시장경제 원리와의 연관성을 살펴보고자 한다. 이를 통해 1950년대 ‘가난’이 저항 담론의 수행성을 구성할 수 없었던 까닭과 서정주 시의 보수주의 미학의 성격을 가늠해보고자 한다. 1950년대 서정주 시처럼 자본주의 세계의 질서와 원리를 고유한 자기 원리로 번역해 낸 시인은 없어 보인다. 이때의 자본주의 질서와 원리란 이윤추구를 목적으로 하는 체계라기보다는, 인간의 본성에 따라 사익을 추구하고 개인들은 최대의 만족을 얻기 위해 자유롭게 시장에 참여하며, 이때 가격은 수요와 공급에 따라 ‘보이지 않는 손’에 의해 형성된다고 보는 ‘시장 원리(maket principle)’를 의미한다. 경제주체들의 자유로운 경쟁이 이루어지는 시장은 자기 조절 기능이 있기 때문에 인위적인 개입이 시장의 흐름을 깨는 것으로 간주된다. 서정주는 역사적 신체를 배제하고, 인간의 타고난 본성들의 향연을 이상화했다. 그는 훼손되지 않은 본연의 인간성이 다른 수많은 본연의 생명들과 자연스럽게 교류하는 세계에 영원성 내지 절대성을 부여하고자 했다. 서정주는 시장 지향의 심성(mentality)이 구축되어가는 전후사회의 집단적 무의식-교환의 감각을 내면화하는 등-을 대담하게 구도를 잡아 미학화 했다고 볼 수 있다. 어쩌면 서정주에게 전통은 ‘동양’이나 ‘신라’에 있다기보다는 ‘현실’을 수용해가는 민중들의 집단적 무의식 차원과 결부지어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서정주의 보수주의 미학(시학)의 핵심은 바로 현실수용의 구조를 미학화 하는 데 있기 때문이다. The economic poverty during the 1950s is a clear fact. However, poems did not have much interest in poverty. It is easy to discover the sentiment of solitude and sorrow based on impoverished life, and, however, there are an extremely small number of poems that overall deal with poverty. Jeong-ju Seo says “Poverty is nothing but merely being ragged.” What is the reason he can make such a statement? This study seeks to examine the correlation between the aesthetic ideology of the poems of Jeong-ju Seo and the principles of market economy, while reading both the poems of Jeong-ju Seou and the novels that realistically depicted the realities of Korea during the time. This study seeks to identify the characteristics of conservatism aesthetics of the poems of Jeong-ju Seo and the reason that ‘poverty’ was not able to compose the performance of the confrontation discourses in the 1950s. There seems to have been no poet that translated the orders and principles of the capitalism world into his or her own unique principles as the poems of Jeong-ju Seo had in the 1950s. The orders and principles of the capitalism world means the ‘market principle’ that considers that human beings pursue their own interests pursuant to human nature, individuals freely participate in the market to obtain maximum satisfaction, and the price is formed by an ‘invisible hand’ pursuant to demand and supply, rather than meaning a system that has its objective as profit-seeking. Because a market where free competition by economic agents is formed has a function of self-control, artificial intervention is regarded to break the flow of the market. Jeong-ju Seou excluded the body of history and idealized the banquet of the inner natures of people. He sought to grant absoluteness or eternal nature to the world where the undamaged human nature naturally interacts with the numerous other natural organisms. Many believe Jeong-ju Seo forms an aesthetic sense by boldly grasping the composition of the group unconsciousness in the postwar society ? internalization of the sense of exchange - where a market-oriented mentality was being constructed. Maybe, the tradition to Jeong-ju Seo could have been combined with group unconsciousness of the public accepting the ‘reality,’ rather than the ‘East’ or ‘Silla.’ That is because the core of the conservatism aesthetic (poetry) of Jeong-ju Seo is in making an aesthetic sense in the structure of acceptance of reality.

        • KCI등재

          자기공명영상에서 큰(>10 cm) 일측성 난소 종양을 가진 환자의 반대측 정상 난소의 발견

          정영진,조재호,박원규,김재운,Jeong, Yeong-Jin,Jo, Jae-Ho,Park, Won-Gyu,Kim, Jae-Un 대한영상의학회 2004 대한영상의학회지 Vol.50 No.2

          목적: 최대직경 10 cm 이상의 큰 일측성 난소 종양을 가진 환자에서, 반대측 정상 난소의 발 견을 통해 일측성 난소 종양의 좌우 위치를 파악하는데 있어 자기공명영상이 유용한지를 알아보고, 폐경 전과 후 및 악성과 양성종양에서 반대측 정상 난소의 발견율에 차이가 있는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대상과 방법: 최근 5년간 골반 자기공명영상을 시행하고 술 중 육안적 또는 병리조직학적 소견에서 일측 난소에 10 cm 이상의 큰 종괴가 있고 반대측 난소가 정상인 것으로 확인된 42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다. 두명의 방사선과 의사가 대상 환자의 자기공명영상을 후향적으로 분석하였다. 반대측 정상 난소의 발견율을 알아보았고, 폐경 전과 후, 양성과 악성종양 사이에 반대측 정상 난소의 발견율에 차이가 있는지를 알아보았다. 결과: 총 42명의 환자 중 35명에서(83.3%) 반대측 정상 난소를 발견할 수 있었다. 폐경 전 환 자에서는 23명 중 22명(95.7%), 폐경 후 환자에서는 19명 중 13명(68.4%)에서 반대측 난소 를 발견할 수 있었고,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p=0.018)가 있었다. 양성종양에서는 26명 중 23명(88.5%), 악성종양에서는 16명 중 12명(75.0%)에서 반대측 난소를 발견할 수 있었으나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p=0.256)는 없었다. 결론: 자기공명영상은 10 cm 이상의 큰 일측성 난소종양이 있는 환자에서 반대측 정상 난소를 발견하는데 있어 매우 유용한 검사법으로, 이를 통해 난소 종양의 발생 위치를 판정하는데 유용하며, 특히 폐경 전 여성에서 더욱 유용하였다. Purpose: To assess the usefulness of MRI for determining the presence of a large (>10 cm) unilateral ovarian tumor by detecting the existence of a normal contralateral ovary, and to establish the difference in detection rates between premenopausal and postmenopausal women, and benign and malignant tumors. Materials and Methods: Forty-two patients who underwent MR imaging and in whom the intraoperative gross and pathologic findings indicated the preseace of a unilateral ovarian mass and a normal contralateral ovary were included in this study. The images obtained were retrospectively analyzed by two radiologists, who determined the detection rate of the normal contralateral ovary and whether this differed between premenopausal and postmenopausal women, and benign and malignant tumors. Results: Contralateral normal ovaries were detected in 35 (83.3%) of 42 patients [22 of 23 ovaries (95.7%) in premenopausal women and 13 of 19 (68.4%) in postmenopausal women], with a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p=0.018). Twelve of 16 of these ovaries (75%) were present in women with malignant tumors, and 23 (88.5%) of 26 in those with benign tumors, but the difference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p=0.256). Conclusion: MR imaging is useful for detecting a normal contralateral ovary and for determining the site at which a large (>10 cm) unilateral ovarian tumor originates, especially in premenopausal women.

        • SCIESCOPUSKCI등재
        • 한미 FTA와 경쟁정책

          정영진,Jeong, Yeong-Jin 한국공정경쟁연합회 2006 경쟁저널 Vol.127 No.-

          사적 경쟁제한행위에 대한 효과적인 규제 없는 통상협정은 그 소기의 목적을 달성하기 힘들다. 통상협정은 근본적으로는 협정 당사국에 대한 시장접근(market access)을 높이기 위한 것이다. 그런데 협정을 통하여 공적 장벽을 없앤다고 하더라도 해당국가에 예컨대 고질적인 수직적 거래제한(vertical restraints)이 만연해 있어서 외국기업이 자국의 소비자에게 접근할 수 없다면 통상협정을 통하여 달성하고자 하는 시장접근은 공염불이 될 것이다. 한미 FTA협상에도 통상협정과 경쟁정책과의 이러한 상호보완적인 관계에 대한 깊이 있는 성찰이 있어야 할 것이다.

        • SCOPUSKCI등재

          유한 차분법에 의한 Thin Slab 고속 연속주조의 동적벌징 거동해석

          정영진,신건,조기현,강충길,Jeong, Yeong-Jin,Sin, Geon,Jo, Gi-Hyeon,Gang, Chung-Gil 대한기계학회 2000 大韓機械學會論文集A Vol.24 No.7

          Continuous casting process has been adopted increasingly in recent years to save both energy and labor. It has experienced a rapid development in the production of semi-finished steel products, rep lacing the conventional route of ingot casting and rolling. In order to achieve this merit, however, more studies about the mechanism between roll and slab are needed. In this paper, a dynamic bulging in steel cast slabs was simulated by considering the solidification and heat transfer. This study is to prevent internal cracks of a slab in a bending and unbending zone. The value of moving strand shell bulging between two supporting rollers under the ferrostatic pressure and slab-self weight has been calculated in terms of creep and elasto-plasticity. The strain and strain rate distributions in solidified shell undergoing a series of bulging are calculated with working boundary conditions.

        • 미국에서 방송과 통신 융합서비스에 대한 규제 - Brand X 판결

          정영진,Jeong, Yeong-Jin 한국공정경쟁연합회 2006 경쟁저널 Vol.125 No.-

          The policy of th United States...to preserve the vibrant and competitive free market that presently exists for the Internet and other interactive computer services, unfettered by Federal or State regulatio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