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KCI등재

          특집 : 이주민과 다문화주의 ; 인종 간 결혼에 관한 트랜스내셔널 인식 -1920년대 초반 미국 태평양 연안의 아시아계 이민자들이 본 아시안과 백인 사이의 결혼-

          권은혜 ( Eun Hye Kwon ) 한국서양사학회 2012 西洋史論 Vol.112 No.-

          This work analyzes the ways in which Asian immigrants made sense of interracial marriage and race in the American Pacific Coast states in the early 1920s; interviews of life histories of Chinese and Japanese immigrants included in the Survey of Race Relations, 1924- 1927 were used. The views of Chinese and Japanese immigrants on interracial marriage and race differed from those of whites. Chinese and Japanese immigrants were mostly in favor of interracial marriage and believed that marriage across racial lines would solve the so-called "race problem" in the U.S. Due to the widespread belief in an eugenic idea of race, whites asserted that race mixing would lead to the degeneration of the white race. In the minds of white people, racial difference between whites and Asians were those of biological inheritance that could not be changed after race mixing. Chinese and Japanese immigrants understood differences between whites and Chinese or Japanese in social and cultural terms. By a transnational consciousness of interracial marriage by Asian immigrants, this work implies that Chinese and Japanese immigrants viewed the subject of interracial marriage from the perspectives of transnational immigrants with the tendency to compare perceptions of interracial marriage in China and Japan to those in the U.S. They also judged the desirability of interracial marriage by bringing in the ways in which gender, marriage and family were understood in China or Japan.

        • KCI등재

          아시아인 이주와 동화가능성에 대한 사회학적 고찰 -로버트 팍과 “인종관계조사”를 중심으로-

          권은혜(Kwon Eun-hye) 동국역사문화연구소 2018 동국사학 Vol.65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고는 20세기 초 미국의 시카고 사회학파를 형성했던 사회학자 로버트 팍(Robert Park)과 팍이 연구책임자로 참여했던 1924-27년의 인종관계조사가 아시아인에 관한 사회학적 관찰방법을 구성하는 방식을 살펴본다. 팍은 “인종 관계의 순환(race-relations cycle)” 이론을 “동양인”과 “미국인”의 인종 관계에 적용해 아시아계 이민자는 미국의 흑인과는 비 백인이라는 인종적 특징을, 유럽계 이민자와는 이민자로서의 정체성을 공유한다고 상정했다. 팍은 아시아인과 백인사이의 인종 간 결혼을 아시아인의 특징을 이해하는 방법으로 삼았고 “인종관계조사”를 진행할 때 팍은 아시아인과 백인 사이의 결혼 사례에 큰 관심을 보였다. 두 인종 사이의 결혼이 사회통념과 법으로 금지되던 시절에 팍은 인종 간 결혼을 아시아인의 동화 및 인종 갈등의 해결 수단이라고 상상했다. This article examines the way in which Robert Park, one of the founders of the Chicago Sociology in the early 20th century spearheaded a social-scientific approach to Asian migration and assimilation primarily in the Survey of Race Relations, 1924-1927. Park applied his theory of race-relations cycle to Asian immigrants. According to him, Asians shared the non-white racial identity with American blacks. Asians were deemed similar to European immigrants in terms of their social status as immigrants. Park was particularly interested in marriages between Asians and whites as a way of assimilating Asians and, eventually, solving the tensions between white Americans and Asian immigrants at the time.

        • KCI우수등재

          비판적 백인성 연구의 시작 -데이빗 로디거, 『백인성의 임금: 인종과 미국노동계급의 형성』-

          권은혜 ( Kwon Eun-hye ) 한국서양사학회 2020 西洋史論 Vol.0 No.145

          글은 백인성 연구의 고전이 된 미국 역사학자 데이빗 로디거의 1991년 저서 『백인성의 임금: 인종과 미국노동계급의 형성』의 주장과 영향력에 대해 검토한다. 『백인성의 임금』의 주요 주장은 1800년에서 1860년 사이 북부의 백인노동자들이 언어, 문화적 실천, 정치적 선택 등의 측면에서 그들 자신을 흑인 및 노예로부터 구별했고 이 과정에서 백인성을 그들의 주요한 이해관계로 보게 되었다는 것이다. 『백인성의 임금』은 인종과 백인성이 미국노동계급의 핵심적 요소로 등장하는 과정을 새로운 역사적 연구 주제로 발굴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미국노동계급의 형성을 인종의 틀로 설명하려는 그의 시도는 계급을 분석의 틀로 삼는 미국의 노동사학계에 방법론적인 도전장을 내밀었다. 백인성 연구는 1990년대 미국 역사학계 안에서 하나의 연구 경향으로 빠르게 정착했고 다양한 연구 성과를 산출했다. This essay explores the main argument and impact of David R. Roediger's The Wages of Whiteness: Race and the Making of the American Working Class, which has become the classic text of whiteness studies. Wages argues that Northern white workers came to view whiteness as their major interest by distinguishing themselves from blacks and slaves 1800-1860. Scholars have praised that Wages showed the role of race and whiteness in the formation of the American working class. It challenged the class-centered approach of American labor history to the American working class. Whiteness studies has become one of the fast growing sub-fields in history and has produced a variety of works. (Hansung University / eunhyekwon@hotmail.com)

        • KCI등재

          미국 내전 이후 인종 간 결혼 규제에 대한 법적 인식의 변화

          권은혜(Eun Hye Kwon) 한국미국사학회 2016 미국사연구 Vol.43 No.-

          본 논문은 미국 내전과 재건기를 거쳐 짐크로 시기의 도래에 이르기까지 인종 간 결혼에 대한 규제를 정당화하는 법적이고 사회적 논리가 재건기에 일시적으로 도전을 받다가 재건기 직후에 다시 부활하는 과정을 항고법원에서 논의된 4개의 사례를 중심으로 검토한다. 내전 기간과 재건기에는 연방헌법에 의해 노예제가 폐지되고 흑인의 시민권이 보장되자 인종 간 결혼의 자유도 인정되기도 했다. 앨라배마 주의 번즈 사건(Burns v. State, 1872)과 텍사스 주의 포스터 사건(Bonds v. Foster, 1871-1872)이 그 대표적 예이다. 재건기의 극적인 변화는 오래가지 못했고 인종 간 결혼에 대한 주의 규제는 그 어느 때보다 효과적인 인종분리의 수단으로 등장하게 된다. 재건기 이후 재집권한 백인우월주의자들은 인종 간 결혼 금지법을 정당화할 새로운 법적 논리로 결혼제도에 대해 주가 경찰력을 가진다는 주장을 관철시켰다. 인디애나 주의 깁슨 사건(State v. Gibson, 1870)이 그 대표적 선례로 결혼제도에 대한 규율은 공동체의 복지에 부합하는 방식으로 결정되어야 한다는 논리를 세웠다. 어떤 결혼이 덜 바람직한가라는 문제를 주에서 결정할 수 있다는 가정 아래 인종 간 결혼은 바람직한 결혼의 범주를 벗어난다고 간주되었다. 결혼 및 관련 사회제도에 대한 주의 경찰력에 대한 주장은 앨라배마 주의 페이스 사건(Pace v. Alabama, 1883)에서 합헌성을 확립한다. 이 판결은 재건기 이후 남부에서 백인 우월주의에 봉사하는 공공장소와 제도에서 인종분리를 법제화했던 짐크로 체제의 도래를 알렸다. 주의 경찰력 주장 이외에 재건기 전후 인종 간 결혼 금지를 지지하는 법정 논리에 동원된 논리는 인종 간 결합이 생물학적으로 바람직하지 못한 결과를 초래한다는 우생학담론이었다. 재건기 전후 인종 간 결혼 금지에 관한 법정 담론은 이후 —그리고 1967년 러빙 판결로 인종 간 결혼 금지법의 위헌성이 선언된 지 50년이 지난 지금도— 미국사회의 인종 간 관계에 대한 부정적인 견해와 태도를 형성하는 데 중요한 영향을 미쳤다. In the Burns and Foster cases, the court upheld the right of a citizen to marry across racial lines on account of the 14th Amendment and the Civil Rights Act of 1866. Political and social changes in the South brought by Reconstruction were short-lived and soon undone by white supremacists. Southern legislators and judges defended the state right of regulating public institutions including marriage in the name of the police power of the state. In the Gibson and Pace decisions, it was ruled that states' ban on interracial marriage and relations was constitutional. The Pace decision, in particular, established the “separate but equal” thesis that the regulation of interracial marriage and relations was constitutional as long as it was applied to both partners in an interracial union. Despite the seemingly race and gender neutral language of the law, it tended to punish a black man and a white woman in a relationship more harshly than other kinds of interracial unions. Judges legitimized miscegenation laws by borrowing the eugenic notion that race mixing would yield undesirable results for both blacks and whites. Those judges in favor of miscegenation laws asserted that interracial marriage was unnatural because God intended to separate races. The post-Civil War South's discourse on miscegenation laws severely deteriorated race relations and contributed to the rise of white supremacy not only in the South but also across the nation.

        • KCI등재

          다문화주의와 미국적 정체성 : 1990년대 미국 역사가들의 다문화주의 논쟁을 중심으로

          권은혜(Kwon, Eun-Hye) 한국미국사학회 2020 미국사연구 Vol.51 No.-

          이 글은 다문화주의 논쟁에 참여했던 1990년대 미국 역사가들이 미국의 정체성과 미래에 대해 생산한 담론들을 검토한다. 당시 미국의 자유주의 지식인들은 집단의 권리와 정체성 정치를 주장하는 다문화주의가 미국을 분열시킬 것이라고 우려했다. 아서 슐레진저는 다문화주의의 도전에 맞서 개인의 권리와 민주주의를 강조하는 미국적 신념으로 되돌아가야 한다고 주장한다. 데이빗 홀린저는 집단 정체성을 본질적인 것으로 보는 다문화주의를 넘어서 문화집단들 사이의 연대를 추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슐레진저와 홀린저는 각기 다른 미국적 이상을 추구했지만 이들 모두 다문화주의를 미국사회의 갈등을 증폭시키는 요소로 보았다. 다문화주의의 가치와 국가로서 미국이 추구하는 가치 사이의 대립을 상정하는 이들의 시각은 1990년대 학계의 지배적인 시각이기도 했다. 그러나 여론조사에 의하면 인종과 에스니시티의 경계를 가로 질러 미국인들은 다문화주의를 수용하면서도 미국인으로서의 정체성을 보유했다. 슐레진저와 홀린저는 인종 간 결혼과 다인종인구의 증가로 인해 인종과 에스니시티의 구별이 자연스럽게 사라질 것이고 단일인종정체성에 기댄 다문화주의의 세력도 약화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00년과 2010년 센서스 결과에 따르면 다인종인들의 인종 자기 정의 방식은 다양했고 이들이 고정된 인종정체성 대신에 복수의 유동적 정체성을 늘 채택하지는 않았다. 1990년대 미국 역사학자들은 다양성의 가치를 어느 정도까지 미국적 가치로 받아들일 것인가라는 문제에 대해 합의를 하지 못했고 미국 사회는 아직도 같은 질문을 대면하고 있다. This article examines the way in which American historians of the 1990s produced discourses on American identity and the future of America in the face of multiculturalism. At that time, many liberals were concerned that multiculturalism and its identity politics, which emphasized a group identity over a national identity, would disrupt the unity of America. Arthur Schlesinger Jr. emphasized the protection of the American Creed on individual rights and democracy from multiculturalism. David Hollinger's “Postethnic America” called for the building of solidarity across many cultural groups to save America from the separatist tendency of multiculturalism. Like many other liberals at the time, both Schlesinger and Hollinger viewed multiculturalism as a force that divides America into different ethnic and racial groups. The American public, however, held a different view about the relationship between muliticulturalism and American identity. Public opinions on the perceptions of multiculturalism and American identity show that Americans across racial and ethnic lines recognized the value of diversity while being proud to be an American. Both Schlesinger and Hollinger anticipated that an increase in interracial marriage and the existence of multiracial individuals might weaken multiculturalism and identity politics. The results of the 2000 and 2010 U.S. Census, which allowed Americans to choose more than one race identity, do not provide solid data that multiracial individuals might refuse to choose a fixed identity and embrace multiple racial identity. American historians in the 1990s did not agree to what extent that Americans should embrace diversity as an American value. In the twenty-first century, American society still faces the same question.

        • KCI등재후보

          포스겐에 대한 화학사고 대응 정보시트 개발

          권은혜(Eun-Hye Kwon), 배지수(Ji-Su Bae), 윤영삼(Young-Sam Yoon), 전태완(Tae-Wan Jeon), 신선경(Sun-Kyoung Shin) 한국위험물학회 2019 한국위험물학회지 Vol.7 No.1

          Korea"s chemical industry is directly or indirectly related to almost all industries. In addition, it occupies a very large proportion of the industrial scale. In particular, Ulsan, Yeosu, and other chemical complexes have been in operation for more than 50 years. Therefore, as the number of maintenance and repair increases due to the deterioration of facilities, the risk of large-scale fire explosion is also increasing. In this study, similar to the technical report of accident response technology by the US and Canada Environmental Agency, it provided key information on the environmental diffusion, toxic effect and accident response of phosgene available to the first responders. Phosgene is photodegraded by hydroxyl radicals in the atmosphere and has a half-life of 44 years. The half-life due to hydrolysis was calculated to be 113 years (20 to 630 years), and it was found that there was persistence to the atmosphere. In the case of phosgene, the chemical management law in Korea is managed as an accident-prone substance, and a management plan for phosgene and mixtures containing 1% or more of phosgene is prepared and submitted. Three clear clinical pathological stages have been reported after exposure to phosgene at 120-1,200 mg / m3-min. Stage 1 is painful in the eyes and neck, with chest tightness, often accompanied by dyspnea, wheezing, and coughing. The second stage or incubation period can be maintained for up to 24 hours, depending on the exposure level and duration, often without symptoms. The third stage is pulmonary edema, which can lead to death. The acute REL, the exposure level that is expected to have no adverse health effects on phosgene inhalation, is set at a value of 0.004 mg / m3. In addition, RfC, which is the exposure reference value determined to have no harmful effects when the chemical is inhaled into the human body, is set to 0.0003 mg / m3. The fire suppression method should stop the gas flow before the fire suppression and notify the fire department to report the fire location and the risk. In case of tank fire, it should be suppressed from the unmanned hose support or monitor nozzle as far as possible. Containers that have been exposed to fire should be cooled with large quantities of water and water should not enter the container. When accompanied by a fire accident, the evacuation distance is about 1,600m. In case of fire, extinguishing agent should be extinguished by water spray, water spray, carbon dioxide, general foam.

        • KCI등재

          오디즙 및 오디박 분말이 Streptozotocin 유발 당뇨쥐의 혈당 및 혈청지질 강하와 적혈구 항산화 효소계에 미치는 영향

          권은혜(Kwon Eun-Hye), 장현서(Jang Hyun-Seo), 김상운(Kim Sang-Woon), 최상원(Choi Sang-Won), 이순재(Rhee Soon-Jae), 조성희(Cho Sung-Hee) 韓國營養學會 2007 Journal of Nutrition and Health Vol.40 No.3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 on blood glucose and lipid status along with intestinal disaccharidase and erythrocyte antioxidative enzyme system in streptozotocin (STZ)-induced diabetic rats. Sprague-Dawley male rats weighing 100 ± 10 g were randomly assigned to one normal group, and eight STZ-induced diabetic groups: control diet group without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s (DM-C), three mulberry juice powder groups (0.5%: DM-0.5J, 1%: DM-1J, 2%: DM-2J) and four mulberry cake powder groups (0.25%: DM-0.25C, 0.5%: DM-0.5C, 1%: DM-1C, 2%: DM-2C). After three-week feeding of each experimental diet, diabetes was induced by intravenous injection of 50 ㎎/㎏ body weight of STZ in sodium citrate buffer (pH 4.3) via tail vein of eight DM groups. Rats were sacrificed at the 9th day of diabetic states. Level of blood glucose was 505 ㎎/dl in DM-C group but it was 28% and 39% lower in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 fed groups, respectively, than the DM-C group. Activities of maltase, sucrase and lactase in proximal part of small intestine were significantly lower in the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 groups by 42~47% than those of DM-C group. Erythrocytic superoxide dismutase, glutathione peroxidase and catalase activities were significantly reduced by STZ but increased close to normal levels along with less accumulation of thiobarbituric acid reactive substances (TBARS). Serum levels of triglyceride and total cholesterol and HDL-cholesterol by STZ-DM were reduced and increased respectively, to the normal levels by the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 Except the levels of TBARS, the effects on the other measurements by the various dietary levels of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 were almost same and the effect of the cake powder was most significant at the lowest level. These results indicate that mulberry juice and cake powders have considerable hypoglycemic effect and strengthening antioxidant defense systems at the low levels in diabetic state and may be able to reduce diabetic complications. (Korean J Nutr 2007; 40(3): 199~210)

        • 용매 첨가제의 용해도 계수가 공액고분자의 자기조립 거동에 미치는 영향

          권은혜 ( Eun Hye Kwon ), 이정익 ( Jeong Ik Lee ), 박소영 ( So Young Park ), 함예은 ( Yea Eun Hahm ), 박영돈 ( Yeong Don Park ) 한국공업화학회 2020 공업화학전망 Vol.23 No.5

          유기전자소자는 용액공정을 통한 대량생산이 가능하기 때문에 기존 무기전자소자에 비해 제조비용이 저렴하고 대면적 생산이 가능하며, 유기분자의 본연 특징으로 인해 유연하고 가벼운 소자를 구현할 수 있다. 그러나 무기반도체에 비하여 현저히 낮은 전하이동도 특성은 유기전자소자의 상용화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 따라서 공액고분자의 결정화도, 모폴로지, 분자배향 최적화를 통한 자기조립 박막 제조는 전하이동을 원활히 하기 때문에 유기전자소자의 개발에 필수적이다. 본 기고에서는 유기전자소자의 활성층으로 사용되는 공액고분자의 자기조립을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특성을 갖는 용매 첨가제의 효과에 대해서 알아보고, 특히 첨가제의 용해도 계수가 공액고분자의 자기조립 거동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자세히 논의하고자 한다.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