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주택구입능력지수의 도입과 서울시 아파트에 대한 적용사례 분석

          신상영,이성원 한국주택학회 2008 한국주택학회 학술대회 발표논문집 Vol.2008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가구의 주택구입능력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는 지표도입방안의 일환으로 미국 등 선진제국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는 미국 NAR의 HAI지표와 NAHB-Wells Fargo의 HOI지표를 도입할 경우, 주택가격, 소득, 주택금융 요소의 데이터기반, 기준 및 산정방법을 살펴보고, 서울시를 사례로 대표주택유형이라 할 수 있는 아파트를 대상으로 이를 적용하여 분석한다. HAI 및 HOI지표의 서울주택시장 적용 시 주택구입밑천(downpayment), 주거비지출액, 대출금리 등에 대한 기준 및 기초자료를 여건에 맞게 조정하고, 중위소득가구와 하위 25% 가구를 대상으로 일반가구와 최초주택구입가구(first home buyers)로 구분하여 구입능력을 분석한다. 2003년에서 2006년 기간 동안의 주택구입능력 변화추이를 분석한 결과, 2005년말 이후 주택가격의 급격한 상승으로 구입능력이 악화되었으며, 2006년말에는 중위소득가구와 중위아파트가격 측면에서 볼 때 HAI와 HOI 각각 100%, 50% 이하 수준으로 악화되었다. 이는 강남지역뿐만 아니라 강북지역도 마찬가지인데, 최근에는 주택가격 상승세가 서울 전역으로 확산되어 강남지역뿐만 아니라 강북지역까지 사정이 심각하게 악화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This paper explores the Housing Affordability Index(HAI) by the National Association of Realtors(NAR) and the Housing Opportunity Index(HOI) by the National Association of Home Builders(NAHB) and Wells Fargo as measures of home-ownership affordability and applies to the case of apartment houses, Seoul. The home-ownership affordability indicates whether or not a typical household could buy a typical home given mortgage loan qualification constraints. The study adjusts the components, such as housing type, household income, housing expenditure-to-income, downpayment, and borrowing constraint, in each index to represent the characteristics of Seoul housing market. The study also divides households into median- and first-quartile-income group and into overall and first home buyers. Among others of analysis results, the home-ownership affordability has sharply worsened in Seoul since th late 2005 as the apartment prices has skyrocketed. In the last quarter 2006, HAI and HOI are below 100 and 50 respectively meaning that a typical median-income household may have severe difficulty in buying a typical median-priced home in Seoul. The affordability problem is even worsening recently as housing price increases diffuse from the "Gangnam" area to the "Gangbuk" area. This study suggests that policy makers need to periodically monitor housing affordability to support urban housing and economic policies.

        • 공공임대주택의 공급이 인근 지역 주택가격에 미치는 영향 분석

          정유선(Yu Seon Jeong),한제선(Je Sun Han),이창무(Chang Moo Lee) 한국주택학회 2017 한국주택학회 학술대회 발표논문집 Vol.2017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최근 정부에서 운영 중인 공공임대주택 제도는 인근 지역의 자산가치의 하락을 유발할 수 있다는 우려로 인해 공공임대주택의 개발에는 인근 주민들의 반발이 잇따르는 것이 현실이다. 그러나 공공임대주택의 신규 건설이 실제로 인근 지역 부동산 가치 하락에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실증적인 연구는 부족하며, 특히 공공임대주택의 유형별로 그 순수한 효과를 분리하고자 하는 연구는 드문 상태이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공공임대주택의 공급이 인근 주택가격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되, 공공임대주택의 각 유형별 순수한 효과를 추출해 내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이중차이분석(Difference-In-Difference) 개념을 발전시킨 수정반복매매모형(Modified Repeat Sales Model)을 활용하여 실증분석을 진행하였다. 추정 결과 공공임대주택 인근 지역의 주택가격하락 효과가 나타났으며, 공공임대주택 유형에 따라 하락 효과의 크기가 상이하게 나타남을 확인하였다. 장기전세 유형보다는 국민임대 유형의 가격하락효과가 크게 나타났으며, 장기전세 유형 중에서는 재건축매입형이 하락 효과가 가장 적게 나타났다.

        • KCI등재

          고연령 소유가구의 주거이동 및 주택점유형태 결정요인 분석

          정의철(Eui-Chul Chung),이경애(Kyung-Ae Lee) 한국주택학회 2013 주택연구 Vol.21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에서는 한국노동패널 패널자료 8차년도부터 11차년도까지의 자료를 이용하여 가구주 연령이 만 55세 이상인 고연령 소유가구를 대상으로 주거이동과 주택점유형태의 결정에 대한 프로빗모형을 추정하였다. 고연령 소유가구의 주거이동은 주로 가구주의 교육수준, 건강상태, 건강상태의 변화 및 가구원 수의 변화와 같은 인구학적 요인에 의해 주로 결정되며, 주택자산비율과 같은 유형별 자산구성 비율도 주거이동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한편 주거이동 후의 주택점유형태 결정에는 가구주의 고용상태와 주거비용 차이의 영향력이 높았으며 또한 자산구성 비율도 영향을 주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총자산에서 주택자산이 차지하는 비율이나 금융자산이 차지하는 비율은 연령대별로 차별적으로 나타나는 것으로 추정되었는데 주택자산비율은 가구주의 연령대가 높을수록 소유에서 임차로의 주택점유형태 결정에 더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금융자산 비율은 상대적으로 낮은 연령인 65세 이하 가구의 경우에 주택을 소유할 확률에 양(+)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연령 소유가구의 주거이동 비율은 해당 분석기간인 3년 동안 약 6%로 낮은 수준이 었으며 주거이동 후 주택을 임차한 비율은 45%로 나머지 55%는 주거이동 후 주택을 다시 소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거이동은 해외 연구 결과들이 제시하고 있는 바와 같이 주로 인구학적 요인에 의해 유발되고 있으며, 한편으로는 총자산에서 주택자산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은 고연령 소유가구를 중심으로 주거이동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다. 그리고 이러한 가구들은 주거이동 후 궁극적으로 거주주택을 처분하고 주택을 임차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추정되나 처분시기는 높은 연령에 도달하였을 시점이라고 판단된다. Determinants of residential mobility and housing tenure choice decisions of older homeowners are empirically examined. Employing KLIPS panel data from 2005 to 2008, univariate and bivariate probit models were estimated using demographic and economic characteristics of homeowning households of ages over 55. Estimation results show that residential mobility decisions of older homeowners are mainly influenced by demographic characteristics such as education, health status and its change, and a decrease in the number of households. The ratio of housing asset to total asset also affects their residential mobility decisions. Their housing tenure choice decisions after moving are generally affected by the difference of housing costs between owning and renting and also by the housing asset ratio. In particular, housing asset ratio has differential impacts on housing tenure decisions by the head's ages: housing asset ratio has a greater impact on the transition from owning to renting at a higher range of the head's ages.

        • Dwellings and the Dutch: a Dynamic Duo? : An institutional analysis of housing service and housing satisfaction in the Netherlands

          Jeroen P Traudes 한국주택학회 2005 한국주택학회 학술대회 발표논문집 Vol.2005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re is a close relationship between satisfaction with dwellings and the environment and the opportunities people have in the housing market. Satisfaction is also related to the price/quality ratio of the dwelling available to them. This paper focuses on this satisfaction and on the opportunities housing consumers have, by using a rational institutional approach. The paper also considers the tensions that exist in the Dutch housing market and the part housing services can play in reducing these tensions. The paper ends with some conclusions and suggestions for further research. The Dutch housing consumer is satisfied with his dwelling, the environment he lives in and the housing services he uses in his dwelling and the environment. But it is not given that this satisfaction will stay at the same level in the future. Society changes rapidly and people become less satisfied with society as a whole. On the other hand, they are still satisfied with their own life. The government tries to influence the satisfaction of people’s own life by improving the quality of dwellings, the environment people live in and the housing services they need. These improvements take a lot of time and means and in many cases the results aren’t visible right away, but will be visible in the future. There are many institutional obstacles in the Dutch housing market. We need to take a closer look in order to understand and remove them. One of the obstacles is a shortage in the housing market, both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A broad range of factors causes this shortage, and the government is not able to solve this problem. They have got limited means at their disposal. This means there isn’t one solution, but it will take efforts by all the parties involved to solve the problems. When we look for instance at social housing we can see that housing corporations, which were closely related to the government, took care of social housing. To guarantee the quality of the housing stock some minimum quality requirements were laid down. The last fifteen years, these housing corporations received greater freedom to develop their own policy and became more independent from the government. The government leaves more developments to commercial parties. This was a major policy change, which doesn’t only occur in relation to housing policy, but is a result of changes in society as a whole and a policy change that is made in general. The change of policy leaves more and more space to commercial housing services, for instance in the field of health care or services focused on young families. The demand for these kind of services is increasing. More housing services are offered and these housing services are related to a broad range of needs. The role of housing services increases. This is increasingly important in a properly functioning market. All kinds of housing services are offered, but in view of the current deregulation and liberalization, much more will be possible in the future. In specific areas of policy, such as healthcare, many innovations are made. In the future these services can play a more important role in the choices people make in the housing market. But first of all has to be dealt with the problems at the Dutch housing market. Extra housing stock, combined with the liberalization of the policy on rents, could persuade people to move up the housing ladder. In a more competitive housing market, there are more opportunities for private suppliers to provide housing services. High-quality housing services could become an important means by which landlords could stand out in the housing market. There is less need for this in the current housing market. Because of the changes the society and the housing market is undergoing a lot of implications aren’t clear at this moment. That is why a lot of research on these changes will have to be done in the near future. 주택 그리고 주거 환경에 대한 만족도와 주택 시장에서 취할 수 있는 기회와는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다. 주거 만족도는 또한 주택의 질에 대비한 가격과도 관련된다. 이 연구는 제도적 접근법에 의거하여 주택 만족도와 소비자가 취할수 있는 기회에 촛점을 두었다. 또한 네덜란드 주택시장에 존재하고 있는 tension 과 주거 서비스가 이러한 tension 을 줄이기 위해 할 수 있는 부분을 고려 하였다. 일반적으로 네덜란드 국민들은 그들의 주택과 주거환경, 그리고 그로인해 누리고 있는 주택 서비스 에대해 만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이 만족도가 계속 되리라는 보장은 없다. 사회는 급속하게 변화하고 있으며 전반적으로 그들이 살고 있는 사회에 대한 만족도가 줄어들고 있다. 반면에 그들 자신들의 삶 자체에 대해서는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주거의 질을 높임으로서 삶의 질을 높이고자 시장에 개입하고자 한다. 이러한 과정은 일반적으로 오랜 시간이 소요되며, 다각적인 정책적 연계가 요구 되는데, 많은 경우에 그 결과가 즉시 예측한 대로 나타나지는 않는다. 네덜란드 주택시장에서는 여러가지 제도적인 저해요소가 발견된다. 그 저해 요인을 이해하고 제거하기 위해서는, 좀 더 구체적으로 연구할 필요가 있다. 그요인 중 하나는 주택의 질적, 양적 부족이다. 여러가지 요인들이 부족을 야기하였고 정부는 이 부족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다. 주택의 양적, 질적 부족 문제는 간단히 해결 될 문제가 아니다. 여러부문의 제도적 연계가 푈요하다. 그예로 공공주택은 정부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주택조합이 관리를 하고 있다. 공공 주택의 질을 유지하기 위해서 최소 주거기준이 정해져 있다. 과거 15 년동안 이들 주택조합은 자신의 정책을 수립하는 자율권이 주어졌고 점점 정부의 지침으로 부터 독립적이 되어 왔다. 정부는 점점 민간부문의 참여를 권장하고 있으며 이 변화가 오직 주택 정책에만 국한된 것은 아니다. 그예로서 신규 가구에 중점을 둔 의료서비스 부문을 들 수 있다. 이러듯 의료부문의 서비스 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주택에 대한 수요의 범위가 광범위하게 늘어나고 있다. 여러 측면에서 주거 서비스가 충족 되었다. 공공부터 민간시장에 까지 주거 서비스의 역할이 점차 증가하고 있으며, 주택시장이 정상적 으로 기능하는것이 매우 중요하다. 현재 자유 시장론과 반규제론의 추세에 따르면 향후 더많은 서비스가 충족 되리라 본다. 특히 의료서비스 부문에서 많은 변화와 혁신적 제안이 거론 되었다. 이 정책이 가구들이 주택시장을 선택하는데 중요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무엇보다도 중요한것은 주택 시장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다. 즉 임대료 자율화와 더불어 신규 주택의 공급은 가구의 주거 상향이동을 가능 하게 할것이다. 민간 주택 시장에서는 민간 건설엡체의 역할이 크다. 민간 주택의 고품질의 주거 서비스는 임대 주인의 역할에 달려있다. 사회 전반에서 겪고있는 변화와 주택시장의 변화로 인하여 여러가지 의문들이 명확하지 않게 남아있다. 이러한 상황은 후속연구의 시급함을 말해준다. 주택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다각적인 해결책이 요구되며, 제도적 접근 방법이 연구에 가장 적합한 것으로 보인다.

        • KCI등재

          주택 소유와 거주의 불일치 원인에 관한 실증분석

          최막중(Mack-Joong Choi),강민욱(Min-Uk Kang) 한국주택학회 2012 주택연구 Vol.20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이른바 ‘무늬만 세입자’로 불리는 유주택 차가 점유가구가 우리나라 주택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율이 높다는 점에 주목하여, 주택의 소유와 거주간에 불일치 또는 분리 현상이 발생하게 되는 원인을 실증적으로 규명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한국노동패널조사(KLIPS) 자료의 주거이동 가구에 초점을 맞추어 주거이동 전ㆍ후의 점유-소유형태를 비교함으로써 현재 거주하고 있는 주택 외에 소유하고 있는 다른 주택에 대한 정보를 확보하고, 이에 따라 가구특성뿐 아니라 주택특성을 함께 고려하여 불일치의 원인을 분석하였다. 로짓모형을 이용한 실증분석의 결과는 소유와 거주의 불일치가 주택에 대한 소비수요와 투자수요가 공간적으로 분리되어 나타난 결과임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으로는 양호한 자녀교육 환경이나 직장으로의 접근성 등을 확보하기 위한 주거 소비수요는 높지만, 가구소득과 자산, 그리고 기존에 소유하고 있던 주택자산의 규모를 고려한 경제적 능력이 이러한 소비수준에 상응하는 주택가격을 감당하기 어려운 경우에 임차주택에의 거주를 선택하게 된다. 다른 한편으로 기존에 소유하고 있던 주택에 대해서는 이로부터 기대할 수 있는 미래 자본이득이 크면 투자수요의 대상으로서 지속적으로 소유하는 선택을 하게 된다. 이러한 두 경향은 소비수요와 투자수요가 모두 높은 고학력 가구에게서 보다 분명하게 드러난다. 따라서 우리나라에서 소유와 거주간 분리 현상이 많이 나타나게 된 것은 그동안 급속한 소득 증대와 주택가격 상승으로 인해 주택의 소비수요와 투자수요가 모두 높은 수준으로 빠르게 증가했던 것에 기인하며, 여기에 우리나라 고유의 전세제도가 촉매제 역할을 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This paper empirically analyses the causes of mismatch between homeownership and residence by comparing the households who relocate by renting a house while retaining ownership of the existing house, with those who relocate by selling the existing house and purchasing a new house. Binary logit analysis based on the characteristics of households and the houses they own and reside, shows that the mismatch is resulted from locational separation between consumption demand and investment demand for housing: The mismatched households have relatively high level of consumption demand which is necessary for education of school aged-children, journey-to-work, and so on. However, in terms of household income and asset, they are not capable of paying high housing prices that correspond to high level of consumption demand. As the result, they choose to rent a house and still meet their consumption demand on one hand. On the other hand, they choose to retain ownership of the existing house in expectation of large capital gain, which reflects investment demand. Therefore, it is concluded that relatively high number of the mismatched households in Korea may be caused by relatively high level of both consumption and investment demands which are associated with rapid increase in income and housing prices, and may be further facilitated by ‘Chonsei’ system characterized by up-front lump-sum deposit of housing rents.

        • 주택건설산업의 현황과 발전방안

          김찬호 한국주택학회 2006 한국주택학회 학술대회 발표논문집 Vol.2006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최근 주택시장 규제로 인해 지방 주택시장이 위축되면서 지방의 미분양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지금의 주택정책 방향은 이러한 시장기능을 왜곡시켜 민간 주택건설산업을 위축하고 주택산업의 발전을 저해하는 결과를 초래할 가능성이 있지 않은지 재삼 신중한 검토와 논의가 필요한 시점이라 하겠다. 우리나라 주택건설산업의 특징을 보면 주택유형이 아파트와 같은 단지규모의 공동주택 건설에 집중되어 있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사업 규모가 크며 따라서 상대적으로 사업 리스크도 매우 높다. 주택건설사업의 수익구조를 분석한 결과 최근 광고, 홍보 등 판매관리비가 증가하여 타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간접비용은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금융비용도 높아 매출에 따른 최종 순이익률은 2~3%로 상대적으로 낮은 수익구조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2000년대 들어서 우리나라 주택시장에서의 가장 큰 변화는 주택의 브랜드화이다. 주택시장의 브랜드화는 우리의 주택시장이 선진화 및 고도화되어 가는 과정이라 할 수 있다. 브랜드는 소비자에게 구매를 위한 탐색비용을 완화해주고 기업에게는 단기적 이윤보다는 장기적 이윤 추구의 동기를 부여함으로서 기업의 반사회적 행동을 억제하는 기능을 한다. 이와 같이 2000년대 이후 우리나라의 주택건설산업은 빠른 성장과 함께 주거의 질적 향상에 크게 기여해 왔다. 품질경쟁을 통한 주택의 브랜드화는 다양한 소비자의 주거 욕구에 대응하고 또는 주거욕구을 창출하여 새로운 주거문화를 창출해왔다. 그러나 서울과 수도권 지역의 가격 불안정으로 인한 정부의 규제강화 일변도 정책은 이러한 주택건설산업을 위축시키고 소비자 주택수요욕구를 제한하고 있다. 최근 지방의 미분양 증가는 지방 주택산업 뿐 아니라 지역경기의 위축으로 이어져 지역 간 격차를 심화시키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이것은 정부의 시장규제가 낳은 또다른 부작용으로 결국 수도권 집중현상을 고착화시켜 서울 수도권지역의 집값 안정에 역행하는 정책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지방 활성화는 지역간 격차를 해소하고 국토의 균형발전을 이루고자하는 정부의 중요한 정책 사안이다. 민간의 활력 없이 지역의 활성화는 있을 수 없다. 지역별 상황에 따라 정부의 규제완화와 지원책이 필요한 시기이다.

        • KCI등재

          고령자주택의 주거환경적 특성에 관한 연구 : 서울시 노인복지주택을 중심으로

          안준영(Jun-Young Ahn),오동훈(Dong-Hoon Oh) 韓國住宅學會 2011 주택연구 Vol.19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고령자주택이 복지의 관점에서 출발했지만, 노인복지주택은 주택법에 근거하고 있어 주택 고유의 주거환경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 노인을 위한 주거환경에 관한 연구는 주로 주택의 공급자적 관점을 통해 이루어져왔지만, 삶의 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점차 주택의 수요자 중심에서 분석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한국의 노인주택정책은 복지적 관점에서 머무르고 있으며, 노인의 수요를 적극적으로 반영시키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주택수요와 연관되는 유료노인복지주택과 복지적 수요에 대응하는 무료노인양로시설 간의 부대시설, 임대료, 서비스, 주거 공간밀도 등에서도 차이를 보이고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2008년 보건사회연구원과 서울대학교가 컨소시엄을 통해 조사한 복지패널을 이용해 서울시에 거주하는 60대 노인을 대상으로 삶의 질과 하위요소를 파악하며, 그 결과를 세부항목으로 나누어 고령자주택의 운영 및 관리자의 측면에서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고령자주택의 주거환경의 특징을 분석하여, 고령자주택의 운영 및 관리자를 대상으로 하는 심층면접과 설문조사를 통해, 노인의 삶의 질을 증진시킬 수 있는 주거환경적 특성을 분석하고자 했으며, 그 결과를 바탕으로 설문항목을 재구성하여 서울시에 위치한 노인복지주택을 조사하여 고령자주택의 주거환경적 특성을 분석하고 정책적 시사점을 도출하여 향후 서울시 노인주거정책 수립에 일조하고자 함을 목적으로 한다. The elderly housing has it’s own environmental characteristics of dwelling, because based on housing law and at the same time, it has been started from the aspect of welfare in Korea. Many studies on residential environment for the aged have been done through the perspective of providers, although those are necessary to be analyzed on the consumer side. Therefore there has been a rising interest on the Quality of Life(Q.O.L) of resident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characteristics of residential environment, based on the previous studies, then investigates the factors that affect to the Q.O.L of the elderly through conducting in-depth interview to both manager and operator of senior housing. The result of the empirical research shows the different kind of perception between managers and operators. The factors are as follows: 1) the residential density of amenity factors, 2) the proximity to medical facilities of safety factors, 3) the corridor for wheelchairs, 4) the availability of sports facilities and athletic programs within improving health factor, 5) the proximity to cultural facilities for enhancing convenience.

        • KCI등재

          주택관리사보 시험제도 개선방안 연구

          천윤욱(Yoon-Uk Cheon) 한국주택학회 2008 주택연구 Vol.16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주택관리사보의 자질향상을 위하여 한국ㆍ일본ㆍ영국의 자격시험제도와 운영 실태를 비교분석하고 한국의 시험제도를 자체적으로 분석하여 개선방안을 제시하였다. 첫째, 시험과목을 주정한다. 1차 시험에는 민법에는 민사소송과 강제집행절차를, 회계원리에 경제기초이론을 추가하고, 공동주택시설개론에는 첨단주택의 새로운 설비관리를 지속적으로 포함한다. 2차 시험인 공동주택관리 실무에는 조경전문지식을 포함하고, 행정관리론 과목을 추가한다. 둘째, 시험절차와 방법을 개선한다. 1차 시험은 절대평가, 2차 시험은 상대평가를 하여 합격인원을 조정하여야 한다. 장기적으로 2차 시험은 주관식 논술형식으로 전환하고, 또한, 세계화시대에 맞도록 외국어 능력도 측정한다. 셋째, 주택관리사의 양성선발제도는 장기적으로 도입하여야 할 과제이다. 이 방안은 일반대학에 공동주택관리학과를 신설하여 학문적인 영역으로 접근하여야 한다. It was presented improvement methods of the Korean"s housing manager"s a qualifying examination system that make a comparative study between Korea and Japan, England"s housing manager"s a qualifying examination system and operation, to self the Korean"s housing manager"s a qualifying examination for to upgrade the quality of the housing managers. Firstly, it is regulate the examination subjects. The first examination subjects make an addition to civil suit process and the execution proceeding in the civil law subjects, the basic economic theory in the accounting principle subjects, and an introduction of an apartment housing equipment make an addition to constantly about a new equipment management. The Second examination subjects make an addition to the expert knowledge of the landscape architecture, and make an addition to the administration management subjects. Secondly, it make the improve to the examination process and the examination method. It must be regulate the number of persons success in a examination as the first a qualifying examination take the absoluteness, the second a qualifying examination make on the curve valuation. The second examination make a change of direction a subjective question type in the long time, too, take valuate about a foreign languages capability to consider globalization. Thirdly, the housing manager"s education starting system is subject to introduce in the long time. This method must be approach scientific ranges that to establish an apartment housing management subjects in university.

        • KCI등재

          한국 주택구입부담지수(K-HAI) 활용의 한계와 개선방향

          이석희(Seok-Hee Lee),임재만(Jae-Man Lim) 한국주택학회 2017 주택연구 Vol.25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한국에서 HAI가 왜 잘 활용되지 않고 있는가?” 라는 문제의식에서 출발했 다. HAI는 자가점유율이 높고 주택금융이 발달한 국가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지수로서 모기지상환부담과 주택부담능력의 측정과 평가라는 목적이 어느 정도 일치한다. HAI 가 주택구입부담의 측정에 있어 적합하고 적정한 수단인지에 대해서는 적지 않은 논란이 있다. 주택구입을 위해서는 일정한 주택구입밑천이 필요하지만, 현실에서는 그러한 자기자본의 축척이 용이하지 않다. 또한 일반 주택구입자가 모기지라는 주택금융에 어느 정도 접근가능한가에 대한 문제를 고려하지 않아 그 가정이 현실적이지 않다. 무엇 보다 우리 주택시장과 주택금융의 현실을 반영하고 이용적합성을 제고하는 개선방향의 설정이 중요하다. 첫째, 상대적으로 소득대비 주택가격이 높고 현실적인 LTV규제와 소득양극화를 감안하면 주택구입을 위한 가계의 자본축척이 어렵다는 한국 주택시장의 특징을 반영해야 한다. 둘째, 차별화되고 있는 지역 주택시장과 주택정책을 위해 세부 지역별 지수를 산정해야 하고, 관련된 기초적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 셋째, K-HAI의 작성 범위를 확대해야 하고 질적 제고가 필요하다. 마지막으로 K-HAI의 전달체계를 개선하고 이용자의 이용적합성을 제고해야 한다. This study was started from the perspective why K-HAI does not apply to housing policy? Generally, HAI is an index to the developed countries with higher home ownership rate and well-developed housing finance systems, and this index is matched to measure and evaluate the burden of mortgage payments and housing affordabilities. However, there are many arguments about the appropriateness to measure the housing affordabilities. The assumptions are not practical because of prerequisite capital(equity) and mortgage accessibility. So, It is very important to improve the K-HAI reflecting housing financing practices, and enhance the availability. First, It should reflect the higher relative price of the house to income. Second, It should provide the regional and sectoral index in detail. Third, It needed to augment the index scope. Finally, it should make transmittance system and user suitability better.

        • 주택공급정책의 평가와 과제

          김현아 한국주택학회 2006 한국주택학회 학술대회 발표논문집 Vol.2006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과거 우리나라의 주택공급제도는 시대적인 요구에 부응하여 단기간 내 대량주택을 공급하는 성과를 가져왔다. 그러나 우리의 경제여건과 주택시장은 여건은 그 동안 많이 달라졌다. 과거의 제도가 그대로 적용되기에는 주택시장 내외의 여건이 크게 변화된 상황이다. 소득이 증가하고 사회가 발전할수록 인간생활의 질적인 요구수준은 높아진다. 그러나 현재 우리나라의 주택공급 기준은 이런 다양한 수요에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 인구 구조의 변화, 고용 여건의 변화 등도 매우 빠르게 변하고 있다(노령인구와 1인가구가 증가, 고용불안정에 따른 노후대책에 대한 요구 증대, 높은 이혼율과 가족구성의 변화). 또한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주택을 투자의 대상으로 인식하는 수요도 점차 증가하고 있다. 한편, 주택의 공공성 확보에 대한 요구도 증대되고 있다. 최근 분양원가 공개 및 분양가 규제 등에 대한 요구는 이처럼 ‘분양주택 공급’에 대한 공공성을 요구하는 정책수요에 기인한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주택의 수요는 매우 다양해지고 복잡해지고 있다. 투자수요가 늘어나면서 이들을 모두 투기수요로 간주하는 정책도 한계가 있기 마련이다. 그러므로 주택공급제도를 투기억제 대책으로 활용하는 것도 한계에 부딪힐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따라서 주택공급정책에 대한 기본 방향은 크게 민간부문과 공공구분으로 이원화하여 차별적인 접근이 요구된다. 먼저 공공부문은 국민임대주택 공급 대상 이외에 차상위 계층에 대한 자가보유 확대 정책이 요구된다. 기존의 임대주택 정책과 병행하여 일정 부분분양주택을 공급하ㄴ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이들이 구입 가능한 주택의 건설(가격 정책)과 공급(배분 정책)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현재 정부는 공공택지내 분양가 인하 방안을 계획하고 있으며 주택청약제도도 개편될 예정이다. 시세보다 낮은 공공분양주택의 공급기준은 단순히 주택보유 여부가 아닌 소득기준으로 재선정될 필요가 있다. 한편, 현재 신규 분양시장에 집중되고 있는 주택수요(생애 첫 주택마련, 주택교체수요 등)를 중고주택 등으로 분산시킬 필요가 있다. 이는 중고주택 구입자금, 리모델링 자금에 대한 세제 및 금융지원(담보대출 가능 금액의 확대 등)등이 주요 수단이 될 것이다 다음은 중상위층의 주택시장이다. 이 부문은 현재 규제가 너무 과도하다. 이들 계층은 대부분 기존 주택을 교체하려는 수요가 대부분이거나 첫주택구 매일 경우에도 별다른 금융상의 어려움이 없는 경우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대상에 대한 공급정책은 정부가 직접 개입하는 것은 최소화하여야 한다. 마지막으로 주택공급자에 대한 제도 개선이다. 현재 후분양 방식을 활성화 시키겠다는 정부의 의지가 발표된 상황이다. 우선 후분양 방식으로 주택을 공급하는 경우는 현행 주택공급제도의 일반적인 사항의 적용을 배제하여야 한다. 즉 소형평형 의무공급비율, 입주자의 자격요건(청약 통장 등에 가입하여 1순위 자격을 획득한 자)의 적용을 배제하고 기업 자율에 맞길 필요가 있다. 또한 기존의 선분양 방식을 허용하되, 외국의 경우와 같이 초기 계약금만 지불하는 청약행위로만 허용하는 것이다. 이러한 청약행위로의 선분양허용은 소비자들에게는 원하는 주택을 미리 선점한다는 이점과 함께 공급자에게도 금융기관으로부터 자금을 용이하게 조달하는 수 있는 이점이 있어 시장에 매우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판단된다. 그리고 중장기적으로는 공공주택시장이 제대로 정착되면 민간 주택시장의 주택공급은 시장 자율에 맡겨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