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내재적 발전론 ‘이후'에 대한 몇 가지 고민

          최종석 한국역사연구회 2016 역사와 현실 Vol.- No.100

          Since the 1960s, the “Internal Development Theory” has always been at the crux of Korean historical studies, but nowadays the theory is facing challenges and is also being questioned. As a result it is not that well believed in, as much as it had been in the past, and with fading faith in the theory, Korean historical studies are also facing a crisis of their own. The question raised in this article is what should we do to cope with such challenge, and what should we do to revive Korean historical studies. The decline of the ‘theory' as well as problems in historical studies seem to be coinciding with each other, but the fundamental problem is that Korean historial studies have failed to transcend and reach excellence. Instead, they still lack ‘competitive edges.' In the 1960s and ‘70s, historians considered the task of 'getting over Colonial historical studies' and by doing so recovering national pride as part of their sacred duty. In the 1980s, determined to make a contribution to democracy and social independence, historians tried hard to establish historical studies which were scientific in nature but could also be considered as a voice concerning issues of the time. Hence, Korean historical studies, determined to recreate and reconstruct Korean history (in which the Korean people supposedly developed themselves) in a progressive and independent fashion, in retrospect had a built-in flaw, which could be described as a teleological approach. In a social atmosphere where everyone agreed with the notion that Korean historical studies should unite and strive for a common goal, such problems, as well as continual drop in academic supremacy, were never brought to people's attention. But the society has changed, and while Korean historians no longer share such self-imposed mandate, the outside world lost interest in historical studies of the Korean peninsula too. As a result, suddenly all kinds of problems cropped up, with problems of the “Internal Development Theory” heavily discussed. In the future, we should face the reality and work hard to pursue excellence again and regain public faith. 1960년대 이래로 한국사학 그 자체라고까지 할 수 있는 내재적 발전론은 근래 안팎의 도전과 懷疑로 크게 동요하고 있고, 내재적 발전론의 퇴조와도 맞물려 한국사학계는 위기에 직면해 있다. 여기서는 내재적 발전론 ‘이후'의 문제를 위기에 빠진 한국사학계의 활로 모색에 초점을 두면서 그 일환에서 내재적 발전론 ‘이후'의 문제를 접근해 보고자 했다. 내재적 발전론이 동요하고 이와 맞물려 한국사학계는 위기에 빠져든 것처럼 보이지만, 한국사학계의 위기는 근본적으로는 낙후된 학문 경쟁력에서 기인하였다. 1960·70년대에는 식민사학 극복, 민족적 자존감의 회복이라는 사명감 속에서, 1980년대에는 과학적 실천적 역사학의 수립을 통한 자주화와 민주화에의 기여라는 사명감 속에서, 민족(민중)의 주체적 발전적 과정으로서 한국사를 구성하고자 했는데, 이는 목적론적 접근 경향 등의 학문 내적인 문제를 노정하고 있었다. 한국사학계의 사명감이 사회적으로 공유되는 지적 환경에서는 한국사학계의 취약한 학문 경쟁력은 드러나지 않았지만, 사회 분위기가 바뀌어 그러한 사명감은 한국사학계 내에서조차 폭넓은 공감대를 얻기 어렵게 되고 외부에서의 한국사학계에 대한 관심이 식어버리자, 그 동안 드러나지 않거나 인식되지 않아 온 내재적 발전론의 한계와 문제점이 불거지게 되었다. 여기서는 ‘사명감'의 시대가 종말을 고하고 이와 맞물려 한국사학계에 위기가 찾아온 현실을 직시하면서, 역사학 자체의 학문 경쟁력을 회복·제고하고자 하는 차원에서 미미하게나마 위기 극복의 방향을 제안해 보았다.

        • KCI등재

          역사민속학의 학사적 의의와 연구방법론 일고

          주강현(Joo Kang-hyun) 한국역사연구회 2009 역사와 현실 Vol.- No.74

          The folklife studies is different from folklore. This treatise analysis about scolastic Meaning of historical folklife & method of research. The folklife studies is mainly interest in a science of history,but in korea folklore is mainly interest in a literature. After 1945 year, historical folklife become extinct with a death of Son-Jin-Tae (孫晉泰). Son-Jin-Tae conduct an studies about history & folklife, but no one suceed to his scolastic tradition. The folklife studies set up a purpose critictical viewpoint of riddance in historic study. The theory of remain cultural viewpoint in folklife studies have many problems. The folklife studies emphasis on the history of the folklife, and long-term history & short-term history. The folklife studies conduct extention of historical-folklife text. The field-work research and ancient document research is main methods of historical-folklife studies. The folkhistory related with ancient document. In the studies of historical-folklife,the phases of the time is very important,and that is realize by reserching ancient document. And,This treatise analysis a little about “The Society for Korean Historical-folklife Studies”(韓國歷史民俗學會) & “The Journal of Historical-folklife” (歷史民俗學).

        • KCI등재

          식민주의와 민족주의의 함정을 넘어서 - 한국 근현대사 역사(교육)논쟁의 본질을 향한 탐색 -

          이신철 한국역사연구회 2016 역사와 현실 Vol.- No.100

          Examined in this article is the “Korean history (and history textbooks) controversy,” which has been going on fiercely since the mid-2000s. People tend to view differently the experiences of the Korean people being colonized, nationalism that they held onto to escape from such ruling, and the subsequent democratization process as well as anti-Communist attitudes that prevailed. It was such a dynamic period, so academic approaches to define the era had already been in place in the early 2000s, but discussions have thus been distorted, manipulated and oppressed, by power-hungry politicians and other individuals. The government's nationalization of Korean history textbooks in 2015 placed history under politics, and pushed back the entire discussion to a condition that existed before the past two decades. In this article, in order to properly analyze the issue, the controversy itself is comprehensively examined. As a result of such examination, it becomes clear that in order to reestablish academic approaches to sensitive historical experiences, institutional devices to prevent the government and politicians' intervention in history education are more than necessary, and need to be established soon. It is also evident that, as the collisions have been triggered by the clash of certain macroscopic viewpoints (under the labels of progressive and conservative) trying to reinterpret 100 years that was the Korean modernity, it is imperative (for the revival of healthy discussions) that discussions should return to the original goal, which was meant to establish an understanding of the century based upon forward thinking attitude. Only after a social consensus -over the relationship between historical education and politics- is established, and a new perspective to view one hundred years of Korean modernity is properly put in place, questions like where the state should stand in historical education, what should be the ultimate goal of Korean history education in the 21st century, and what kind of institutions should be developed in order to ensure that, could be answered appropriately. 이 논문은 2000년대 중후반부터 격렬하게 진행되고 있는 한국의 역사(교과서) 논쟁에 관해 다루었다. 한국의 역사논쟁은 본질적으로는 식민지 경험과 그것의 극복 대안으로 삼았던 민족주의에 대한 태도, 그리고 그것과 연결된 민주화와 반공주의에 대한 문제로 압축된다. 학계에서도 2000년대 초반부터 그 같은 논의를 진행시키고 있었다. 그렇지만 지난 20년간의 논쟁은 과도한 정치 개입으로 인해, 그 같은 본질적 논의가 왜곡되고 위축되는 결과를 초래했다. 2015년 정부의 국정화 조치는 다시 한 번 역사(교육)을 정치의 도구로 전락시키고 말았다. 논쟁은 지난 20년보다 더욱 퇴보적이 되었다. 이 논문은 한국의 역사논쟁 과정을 전반적으로 다시 살펴보면서 논쟁의 본질에 다가서고자 했다. 그 결과 몇 가지 결론에 도달하게 되었다. 먼저 현재의 논쟁을 본질적인 논쟁으로 되돌리기 위해서는 역사교육에서 국가와 정치의 개입을 최소화시킬 장치를 마련하는 일이 무엇보다 시급하다는 점이다. 그와 동시에 현재의 논쟁이 보소와 진보라는 이름으로 한국의 근대 100년을 재해석할 거시적 사관을 둘러싸고 전개되고 있다는 점을 재확인하였다. 다시 말해 근대 100년에 대한 미래지향적 사관의 재정립이 논쟁의 본질적 요소를 구성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한 것이다. 결국 이 논문은 역사교육과 정치의 관계에 대한 사회적 학술적 합의, 그리고 근대 100년에 대한 관점의 재정립이라는 과정을 거쳐야지만, 역사교육과 국가(정치)와의 관계, 21세기 한국 역사교육의 독립적 목표, 그것을 달성할 수 있는 제도라는 좀 더 본질적인 논의에 다가설 수 있다는 점을 주장하고 있다.

        • 사회복지역사연구회 의 의미와 역할

          강영숙 한국사회복지역사연구회 2016 사회복지와 역사 Vol.1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