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인문학과 통섭

          박만준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09 인간과 문화 연구 Vol.- No.15

          인문학의 위기와 그 위기의 실체에 대한 진단은 최근 여러 각도에서 수행되어 왔으며, 또 그 진단에 따라 다양한 대안이 제시되었다. 하지만 아직도 인문학 부활의 길은 멀어 보인다. 부활은커녕 오히려 더 위축되고 있는 듯하다. 이 글은 이러한 문제의식의 측면에서 인문학의 현재를 다시 진단하고 그 연장선상에서 인문학의 현재와 미래를 논하고자 한다. 특히 인문학이 현실과 어떤 관계에 놓여 있으며, 그 관계 속에서 인문학의 위상이 어떻게 정립되어야 하는가를 주목한다. 경제논리가 지배하는 현실에서 과연 인문학은 어떤 논리로 자신을 정립해야 할까? 이 글에서 제시하는 이 물음에 대한 대답은 ‘공생'과 ‘통섭'이다. 한마디로 거인도 혼자 살 수는 없다는 것이다. 이것만이 인문학이 내세울 수 있는 유일한 논리이고 또 이 시대의 거인에 대항할 수 있는 최선의 논리다. 배제와 소외, 그 처절한 고통을 감내하며 거인에 맞서는 대항의 논리는 옹졸한 참여나 궁색한 배려가 아니라 공생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러한 공생의 논리를 뒷받침하는 것이 곧 통섭이다. 통섭을 통해 인문학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야 한다. This is the paper to represent the present and future of humanities. First, my main concern is to open the nature of humanities. Because this is the most important problems to represent the present and future of humanities. Most of literature on the crisis of humanities merely paraphrases it without clarifying and discussing the nature of humanities. However it is not intended to be a definitive account of all problems about humanities, but rather a clear and through account of essential issues in humanities as follow. 1) the method of humanities : symbiosis. 2) The logic of symbiosis and new synthesis. 3) new synthesis and consilience. 4) consilience and humanities.

        • 사회 연결망과 커뮤니케이션에 관한 연구

          윤영태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11 인간과 문화 연구 Vol.18 No.-

          현대 사회의 속성을 규명하려는 노력 중 하나인 네트워크사회론의 관점에서 오늘날 우리사회의 성격을 분석하기 위해선 사회 연결망의 특성을 이론적으로 이해하고 규명하는 일은 중요한 작업이 될 것이다. 인터넷, 휴대전화, 스마트폰, 모마일 기기 등의 이용 증가에 따른 개인 간 연결의 변화는 사회 연결망 분석과 커뮤니케이션연구에서 시도해야 할 새로운 주제이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우선 사회 연결망 이론을 이론적 맥락에서 그 특성을 살펴보고자 한다. 특히 사회과학적 이론들과의 비교 속에서 사회 연결망 이론의 의미를 규명해보고자 한다. 이는 다시 커뮤니케이션연구와의 접합점을 찾기 위한 작업으로 연결될 것이다. 사회 연결망 이론의 관점에서 커뮤니케이션 개념에 대한 재고찰, 이를 토대로 커뮤니케이션연구를 위한 사회 연결망 이론의 의의를 밝히고자 한다. 1940년대 이후 커뮤니케이션연구는 커뮤니케이션현상을 송신자-메시지-채널(매체)-수용자-효과와 같은 구성요소로 분할하여 요소들 간의 관계에 집중했다. 그러나 분석의 수준 또는 관념의 수준에서 송신자와 수용자의 구분은 의미가 있을지언정 실제 커뮤니케이션현상은 상호작용적인 과정이다. 인터넷과 스마트폰 이용의 확대 등 커뮤니케이션기술의 발전은 커뮤니케이션학에서 관행적으로 다루었던 분석수준의 구분을 어렵게 만들고 있다. 다양한 층위에 위치한 다양한 행위자들 간의 정보교환과 흐름은 연결망이라는 사회적 구성형태로 나타난다. 기존의 전통적 커뮤니케이션연구는 이에 대해 한계를 보여줄 수 밖에 없다. 사회 연결망 분석과의 교류는 이러한 한계를 보완, 극복하고자하는 하나의 시도라 할 수 있다. 커뮤니케이션행위자의 개별 속성에 앞서 관계적 속성이 분석의 대상이므로 연결망 분석은 상호작용의 과정이며 동시에 연결망 구조로 연계되는 커뮤니케이션현상의 존재론적 성격을 보다 충실히 반영한다. 게다가 미시의 행위자와 거시의 구조를 이론적 측면에서 그리고 방법론적 측면에서 탐색할 수 있게 하는 분석의 도구를 제공한다. This study theoretically analyzes the communication concept of the traditional communication research. It introduces the theoretical approach with a special focus on theoretical thinking and methodological principles guiding social network analysis. Based on the network perspective, the communication process has been reconceptualized in terms of combining the relational perspective and structural analysis. The foundation of existing models of communication also has been criticized in comparison with network model of communication as a social expansion of transactional model. And proposals are presented for the paradigm shift of communication research using social network analysis.

        • 墓誌銘을 통해 본 高麗葬禮考

          이난영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10 인간과 문화 연구 Vol.16 No.-

          고려시대에 성행된 묘지명은 그 시대의 역사적 인물에서 무명의 인물에 이르기까지 출생에서 죽음까지의 기록을 남기기도 하고 단지 이름만을 적기도 하였다. 그러나 대부분은 생전의 업적을 적고 있어서 正史에서 보지 못하던 역사적 사실을 밝혀 주기도 한다. 중국에서는 이미 隋代, 唐代를 비롯하여 역대의 묘지가 부장 유물과 함께 많은 예가 출토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백제의 무령왕릉에서 묘지가 출토되고 있다. 한편 고려시대에 오면 도교적인 성격으로 간주되는 묘지 형식이 승려의 무덤에서도 출토되고 있다. 또 후일 무덤이 허물어지더라도 누구의 무덤인지를 밝히기 위해 士大夫에서는 어버이의 묘지를 작성한다는 기록이 전하고 있다. 묘지의 형식은 화장묘에 주로 사용되는 석관의 뚜껑이나 내외벽, 또는 바닥에 명문을 새기는 형식과, 석관과는 별도의 독립된 지석을 마련하여 명문을 새긴 것도 보인다. 묘지의 내용은 출생과 家系와 자녀 관계, 생전의 업적 등을 적고 있다. 매장묘의 경우에는 지석을 따로 제작하여 명문을 적는다. 명문의 내용은 피장자의 가계, 경력, 공적을 기재하고 다음에 자손과 친족, 사망과 장례 경위 등을 적는다. 이에 따라 매장, 화장, 移葬, 改葬, 묘지명의 撰者 등에 의하여 장례 절차와 가족관계, 생전의 업적 등을 알아 볼 수 있으며 葬地에 대한 기록으로 당시의 가족장 제도나, 일반적으로 선호하는 墓地 등도 알 수가 있다. 묘지의 주인은 왕족과 신료, 승려, 그리고 관직에 있는 사람들로 구분되며 그들의 부인이나 어머니 등 여성의 묘지도 적지 않은 수가 알려지고 있다. 묘지명을 쓴 찬자(당대의 문장가, 가족이나 친구, 제자 등)에 따라서는 죽은 이를 위한 애틋한 문장이 남아 전한다. 그러나 이러한 지석이 출토되는 고려고분은 도굴이 극심하여 그 부장품이나 지석의 매장 방식이나 매장 위치를 정확하게 전하는 예가 거의 없다. 다만 한 두 가지의 예로 미루어 비석을 세우듯 받침대 위에 세운 흔적은 보이나 역시 매장 위치는 분명히 남아 있지 않다. 그러나 근래 고려시대의 고고학적 조사가 진행되고 있어서 화장묘, 매장묘 등 구체적인 성과가 밝혀지기를 기대한다. 지금까지 밝혀진 묘지명 총 219건 가운데 9건은 年代, 성명, 장례 절차나 장지, 묘지의 형식 등이 분명하지 않아 주인공을 알아 볼 수 있는 것 210건을 중심으로 조사하였다. There are several types of epitaphs in Goryeo period. Some contained personal history from birth to death and others only engraved names. What makes this epitaph interesting is that most of them showed personal history which could reveal 'untold history'. In case of China, epitaphs are the most popular objects found from tombs of Sui and Tang Dynasties with other items. The tomb of King Muryeong in Korea also contained the epitaph. During Goryeo period, Taoism had influenced Korea and resulted that an epitaph was found from monk tombs. There are also the historic record which proves that royal families used to leave the epitaph for their deceased parents. Epitaph was engraved onto the coffin lid, inside wall and floors. In the mean time, separated stone plate was also used to make an epitaph. Epitaph usually contains personal history such as birth, family trees, children and life achievement. Sometimes reason of death and funeral process were also found. It is interesting that, therefore, diverse cultural and historical environment related to the deceased could be detected through the record of the epitaph. Who owns the past according to the epitaph then? It is divided into several groups from royal family, retainers, monks to officials and women's history can be unearthed as well. Sometimes the writer (the finest writer of the period, family, friends and disciples) left loveable and delicate writings. However, illegal excavation and looting on Goryeo tombs are severe and so it is quite difficult to understand the exact location and burial methods of the epitaph. Recent excavations of Goryeo tombs can play an important role to comprehend the epitaph and its burial background. So far 219 epitaphs were found from Goryeo tombs and nine of them contain unclear information about date, name, funeral process and location. Therefore this work only puts the focus on the other 210 epitaphs.

        • 新时期中国政府采购的监督机制研究

          崔宏轶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11 인간과 문화 연구 Vol.18 No.-

          本文从政府采购制度的内涵与功能出发、深入分析了加强我国政府采购制度的监督机制建设的双重必要性、进而、提出应当建立全方位、全过程的监督目标模式、以保证我国政府采购制度进一步的良性发展。 This article takes the perspective of the contents and functions of government procurement system to analyze in depth the dual-necessities of strengthening the supervisory system of the government procurement system. Based on the discussion, the writer proposes an all-around mode of supervisory system with goals formulated in the whole process in order to ensure the benign development of the government procurement system in China.

        • 고려시대 연구의 최근 성과와 새로운 모색

          최연주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10 인간과 문화 연구 Vol.16 No.-

          본 논문은 2000년대 이후 고려시대 연구의 최근 성과와 경향을 정리하면서, 다양한 연구방법론의 시도에 대해 모색해 보았다. 고려시대 연구의 기본 사료인 《고려사》와 관련된 국역 및 역주가 일정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국역 고려사》는 현존하는《고려사》판본을 대조하여 텍스트의 오류를 바로 잡았고,《고려사절요》, 개인 문집, 금석문 등의 관련 자료를 활용해 일부 내용을 보충하였다. 아울러 그 동안 연구 성과를 충실히 반영하였다. 고려시대 연구자들에게 연구방법론의 확대 및 사료의 중요성을 재인식하는 계기가 되고 있다. 또한《고려사》각종 志의 역주서는 그 동안 축적된 연구 성과를 충실히 반영하여 주석을 세밀하게 하여 고려시대 연구가 매우 풍부해졌다. 한편 강화경판《고려대장경》에서 조사된 인․법명 및 13세기 중엽에 조성된 불교경전의 지․발문 내용을 통해 강화경판에 대한 실체를 이해하는 데 큰 진전이 있었다.《고려대장경》의 편제와 각성 사업의 역사적 사실을 다양한 연구방법론을 통해 새롭게 규명하여 대몽 항쟁기에 조성된《고려대장경》이 갖는 역사적 의의를 구체적으로 이해할 수 있다. 이외에도 불교 관련 사료 발굴 이외에도 대외 교류 및 법률, 문학, 묘지명 등 다양한 분야의 자료가 연이어 소개되면서 앞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심화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였다. 그리고 소위 중세고고학 분야에 있어서 각종 발굴도 많은 성과를 이끌어내고 있다. 이를 통해 고려시대의 생활사, 일상사, 도시사 등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This paper 2000's after that Goryeo period research arranged a new tendency. And tried to observe about the research methodology which is various. The result was many about the 《Goryeosa(高麗史)》which is a basic data of Goryeo periodic research. 《Gukyeak Goryeosa(國譯 高麗史)》was published recently, various the error of text rightly contrasted the sample which sells and caught. Also the research result in meantime reflected, also the different data applied the positive. Became the opportunity which takes another look the importance of magnification and feed of research methodology in the research people. There was development where the 《Goryodaejangkyeong(高麗大藏經)》 research is big meantime. Historical fact of Buddhist Sutras formation and the wood engraving enterprise the research methodology which is various led and examined closely newly. The even only interchange, law and literature, inscription on a tomb etc. the data of the field which is various was investigated. And second lieutenant medieval archeology field there was a many result. Research the Goryeo period research becomes consequently recently very abundantly, the research which is various being accumulated, there is a possibility of knowing.

        • 출판、인쇄매체의 발달이 晩淸소설의 발전에 미친 영향

          김태관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04 인간과 문화 연구 Vol.- No.9

          晩淸小說硏究的重点当然是梁啓超和他倡導的"小說界革命"的理論,但是這一重要的文學變革幷非僅由梁啓超一人所決定的。"小說界革命"的口号,雖然直到1902年才由梁啓超在《新小說》雜志創刊号上發表的《論小說与群治之關系》一文中正式提出來,可是戊戌前后文學界對西洋小說的介紹,對小說社會价値的强調,以及對別具特色的"新小說"的呼喚,都可以看做是"小說界革命"的前奏。卽使一般史家公認影響"小說界革命"的极其重要因素: 西方文化的傳入,也不僅僅指的是西洋小說的翻譯和西洋或日本的文學、美學理論的介紹,它同樣需要追溯鴉片戰爭以來西學東漸的整个歷史, 特別是以往爲人們所忽視的傳敎師的作用。但對晩淸小說的影響而言,傅蘭的征文活動、林樂知翻譯《文學興國策》和李提摩太与梁啓超的交往等,都對"小說界革命"理論的提出産生了直接的影響。 作爲"小說界革命"理論的主要創制者,梁啓超的思想也有一个變化發展的過程。盡管他的小說活動時間幷不長,理論、創作或翻譯的數量也不多,可是影響之广、貢獻之大,同時代的小說理論家根本不能与之相比。梁啓超對晩淸小說的影響力与他對報刊的掌握密切相關的,近代媒体在中國的興起造就了梁啓超式的"輿論界的驕子",他也很快形成了一套适應于報刊的文風,這一特点与晩淸小說逐漸書面化的傾向是一致的。而粱啓超理論的發生、發展和完成,同樣与他的辦報經歷緊密相關,直至1902年他創辦"中國唯一之文學報"《新小說》雜志,在該雜志上梁啓超不僅發表了中國第一部政治小說《新中國未來記》,而且發表發"小說界革命"的綱領性文章《論小說与群治之關系》,從此晩淸小說變革開了序幕。 本稿(報刊、雜志的發展對梁啓超的晩淸"小說界革命"的影響)圍繞着報刊、雜志的發展集中討論"小說界革命"運動的整个發展過程. 小說是比較晩起的文學体裁, 因爲結构复雜、文字繁多、篇幅龐大,它的流通方式,不同于詩歌口口相傳, 必須經過抄寫或印刷等加工過程, 然后到達讀者手中才開始流傳。小說的這种特性決定了它的命運, 与印刷術的發展和出版業的發達結下了不可解之緣。因此, 小說或多或少都帶有文化商品的意味, 不僅近代小說如此, 明淸以來白話通俗小說也是如此。 到了淸代, 出版業主要以三种形式發展: 一是官辦書局, 二是書院書局, 三是民間經營的書坊。 适應市民階層需要的小、戲曲、小唱、鼓詞等,也都是書坊大量出版的品种。上述的出版業到了晩淸, 正如当時社會的其他方面一樣,隨着西方先進科學和西方文化的輸入, 發生了很大的變化。同時這些變化与当時政局的變化緊密的聯系在一起。 第二次鴉片戰爭失敗, 促使統治階級中一部分人也想了解西方,幷且學習西方的技術。 1862年,淸政府中洋務派官僚在北京成立了淸末最早的洋務學堂京師同文館。1863年在上海成立了广方言館, 在广州成立了广州同文館。 此外, 在福州成立了船政學堂。這些机构一方面培養譯員, 另外一方面館內設有印刷机, 翻譯了西方科技書籍, 刊行數學、物理、化學、語言等譯書。 再次, 穿敎師的活動對中國出版業得發展起了很重要的作用。他們很重視用書籍來宣傳敎義, 全國傳敎中心地都設立了印刷厰和出版社。其中上海的"广學會"的創立和《万國公報》的發行, 最引人注目。他們除了印刷出版大量如《圣經》、禱文等有關宗敎的書籍以外, 還出版了西方的自然科學和社會科學等書籍。 在這方面成就最突出的傳敎師有傅蘭雅、李提摩太和林樂知等。他們在上海《万國公報》上發表了譯作和著作。傳敎師帶進來代表現代文明的新的傳播手段(媒介)---報紙和雜志。近代中國報刊是西學東漸的産物。据權威統計,從19世紀40年到90年的半个世紀內,外國人在中國創辦的中、外文報刊近170种,約占中國同一个時期報刊總數的95%。由于它們大多是以敎會或傳敎師各人名義所創刊,因此較集中在宗敎和科技方面,文學方面偶有所見,例如《六合叢談》中的《希腊詩人略說》、《羅馬詩人略說》、《和馬傳》等、《万國公報》中的《館中述怀二首》、《除日試士竹枝詞二十首》、《解組歸田感賦四律》等、《上海新報》中"西人"和"華友"們投寄的隨筆、游記、詩詞和短篇小說。当然, 這些散見的作品在其載体的報刊中僅僅占着微乎其微的一角之地,自然也就談不上這些報刊對文學的影響。直到《申報》創刊幷于当年出版《瀛寰瑣記》以后,才標志着文學找到了大衆傳播媒介的新形式,幷利用其出版周期快、讀者覆盖面广的獨特优勢擴大了文學的影響。 《申報》的創刊是划時代的一件大事, 意味着商業性報刊的出現。擁有印刷、出版力量的外國資本家,見書報、雜志有利可圖, 就投入資財人力,興辦出版企業以占領中國文化市場,英國美査是最突出的一个。 第二个轉折就是甲午戰爭和戊戌變法的失敗。甲午戰爭的失敗加深了中國的民族危机,喚起了人民的覺醒。洋務運動以徹底失敗告終,新興的維新派,1895年在北京組織了强學會,宣傳維新主張,継而改爲强學會書局, 出版《中外紀聞》: 又在上海設立分會, 刊行《强學報》,鼓吹變法,但很快被淸政府封

        • 麟齋 李種學論

          安永勳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04 인간과 문화 연구 Vol.- No.9

          In this thesis I examined the Life and Poems of Lee Jong-Hak(李種學). Lee Jong-Hak was typical of Sadaebu(士大夫) in the latter of Goryo Dynasty. He had fight against traitors to the very end. At his Life. critical attitude is a big birthmark. Lee Jong-Hak had written 124 poems that included various form and rhyme. His poems have about three contents as following: First, the poems of filial piety. In these works, he missed his parents very hard at the place of exile. Second, the poems of release from the place of exile. He dreamed that release from the place of exile. He had keep company with many poets. In these, especially there are expressed strong the same mind of Sadaebu at the whole works. Finally, the poems of the way of Confucian. In these works, his confucian attitude well be shown that expressed experience of reading books.

        • 여대생의 커리어카드 모델 개발

          안영식,;,윤명희 동의대학교 인문사회연구소 2010 인간과 문화 연구 Vol.16 No.-

          본 연구는 수도권에 비해 낮은 지방대학의 취업률을 극복하고, 남학생보다 취업에 있어 취약한 여대생들의 역량과 적성을 살려 입학에서부터 졸업까지의 과정과 졸업 후의 체계적인 커리어개발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이를 위해 여대생들을 위한 체계적인 커리어카드 모델을 개발하여 여대생들의 적성과 커리어를 증진하고 취업률을 향상시키고자 하였다. 여대생을 위한 표준형 커리어카드 모델 개발은 두 가지 형태로 제시되었다. 커리어카드 모델 A는 개인적 정보, 커리어진단 검사 기록, 커리어 설계, 커리어 관리, 멘토링, 상담기록, 취업게시판 등으로 구분하였다. 커리어카드 모델 B는 이력서, 정보화능력, 외국어능력, 취업교육, 진로상담, 커리어클럽, 취업멘토링 등으로 구분하여 제시하였다. This study is to improve employment rate of local university students and to enhance career development of women university students from entrance and graduation university to after graduation.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systematic career card model and to improve career development and employment rate of women university students. This study suggested two types of career card model for women university students. Model A of career card is to show personal information, career diagnosis test record, career design, career management, mentoring, counselling record, and employment bulletin board. Model B of career card is to provide personnel vita, information ability, foreign language ability, employment training, employment counselling, career club, and employment mentoring.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