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학위유형
        • 주제분류
          펼치기
        • 수여기관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펼치기
        • 지도교수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Beta-lapachone prevents immobilization-induced muscle atrophy

        박소영 영남대학교 대학원 2018 국내석사

        RANK : 247663

        골격근은 신체 움직임뿐만 아니라 당 대사를 포함한 물질대사를 조절하므로 골격근 질량을 유지하는 것은 체내 항상성 조절에 있어 매우 중요한 조건 중 하나이다. 산화 스트레스는 과도한 활성산소의 축적으로 인해 발생되며 골격근 위축을 유발하는 핵심 요소로 알려져 있다. Beta-lapachone (Beta-L)은 NAD(P)H: quinone oxidoreductase 1 (NQO1)의 활성제로 사용되는 화합물이며 항 산화 효과를 가진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하지만 골격근 위축에 대한 Beta-L의 영향은 밝혀져 있지 않으므로, 본 실험에서는 골격근 위축에 대한 Beta-L의 보호효과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골격근 위축은 C57BL/6N 수컷생쥐의 왼쪽 다리를 2주간 고정하여 유도하였다. Beta-L은 100mg/10ml/kg 농도로 고정을 시행하기 하루 전부터 고정이 끝나는 날까지 매일 같은 시간에 경구 투여하였다. Beta-L의 대조군은 0.1% sodium lauryl sulfate (SLS)을 경구 투여하였다. 체중과 식이 섭취량은 SLS 그룹과 Beta-L 그룹 간에 차이가 없었으며, 골격근은 Beta-L 그룹이 SLS 그룹보다 유의하게 덜 감소하였다. 단백질 분해와 관련한 신호 전달 분자의 단백질 발현은 고정된 근육에서 Beta-L에 의해 유의하게 감소되었다. 반면, 단백질 합성과 관련한 신호 전달 분자의 단백질 발현은 Beta-L에 의한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Beta-L의 항 산화 반응에 의해 증가된다고 알려진 인산화된 AMP-activated protein kinase (AMPK), NQO1, sirtuin-1 (SIRT1)은 Beta-L 투여에 의하여 유의하게 증가하였다. 따라서 산화 스트레스 마커인 nitrotyrosine을 측정해 본 결과, Beta-L 처리에 의해서 고정된 다리에서 유의하게 감소하였다. 그러나 항산화제의 단백질 발현에서는 Beta-L에 의한 통계적으로 의미 있는 영향이 확인되지 않았다. Forkhead box O1 (FOXO1)과 forkhead box O3a (FOXO3a)의 발현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알려진 peroxisome proliferator-activated receptor gamma coactivator 1-alpha (PGC1α)의 단백질 발현은 Beta-L에 의해서 증가되는 경향을 확인하였다. 결론적으로 Beta-L은 질산화적 스트레스의 감소와 PGC1α에 의한 FOXO 발현의 감소를 통하여 골격근 위축을 예방할 것이라 생각한다. Skeletal muscle atrophy results in not only locomoter but also metabolic disturbances. Oxidative stress occurs when there is excessive reactive oxygen species (ROS) accumulation, and is generally known as a key factor contributing to skeletal muscle atrophy. Beta-L is an activator of NQO1, and has anti-oxidant effects. However, it is not known whether Beta-L affects skeletal muscle atrophy. Thu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whether Beta-L had a protective effect on skeletal muscle atrophy. Skeletal muscle atrophy was induced by immobilization of left hindlimbs for two weeks in C57BL/6N male mice. The right hindlimbs were used as the controls. Administration of Beta-L as the concentration of 100 mg/ 10ml/kg was conducted one day before limb immobilization and during the immobilization period (total 15 days). The reduction in gastrocnemius muscle mass in Beta-L-treated mice was significantly lower than that of 0.1% SLS-treated mice. The levels of signaling proteins (FOXO3a, MuRF1, ubiquitin, LAMP1 and LC3 II) involved in protein degradation were significantly decreased following immobilization in Beta-L-treated mice as compared to SLS-treated mice. The levels of signaling molecules involved in protein synthesis were not affected by Beta-L treatment. Phosphorylated AMPK, NQO1, and SIRT1 were significantly increased in Beta-L-treated mice. Furthermore, nitrotyrosine levels, which are a marker for oxidative stress, were found to be significantly decreased in immobilized hindlimbs following Beta-L treatment. The levels of antioxidant enzymes were not significantly changed in Beta-L-treated mice as compared with those in SLS-treated mice. The PGC1α level, which is known to decrease FOXO1 and FOXO3 expression, was increased in Beta-L-treated mice (p = 0.06). These results suggest that Beta-L may prevent skeletal muscle atrophy by two mechanisms: 1) a reduction in nitrosative stress and 2) a reduction in FOXO expression via the up-regulation of PGC1α.

      • Skeletal muscle-specific FoxO1 deletion improves mitochondrial function via PPARδ in high-fat diet-induced obese mice

        박소영 영남대학교 대학원 2022 국내박사

        RANK : 247647

        전사 인자인 Forkhead box protein O1 (FoxO1)은 인슐린 민감성 조직인 지방과 간에서 에너지 대사와 관련되어 있음이 알려져 있다. 그러나 인슐린 유도 당 섭취의 약 80%를 담당하는 또 다른 인슐린 민감성 조직인 골격근에서 FoxO1의 알려진 기능은 골격근 양 조절에 국한되어 있다. 따라서 이 연구에서 우리는 골격근 특이적 FoxO1 결손 (mFoxO1KO) 생쥐에 14 주간 대조군 및 고지방 식이를 섭취시킨 후, FoxO1의 골격근 당 및 지방 대사에 대한 역할을 확인하였다. 인간과 생쥐의 골격근 조직에서 노화, 비만, 당뇨병과 같은 대사 위험 인자는 FoxO1의 유전자, 단백질 발현, 활성을 증가시킨 반면에 운동은 이러한 현상을 역전시켰다. 뿐만 아니라, FoxO1 결손은 고지방 식이를 섭취한 생쥐에서 지구력 운동을 포함한 운동 능력을 현저히 개선시켰다. 운동 능력은 에너지 대사와 밀접한 관련이 있으므로 정상혈당 고인슐린클램프 기술과 안정 동위원소를 이용한 지질 역학 측정 기술을 통해 고지방 식이를 섭취한 생쥐에서 당 및 지방 대사의 변화를 확인하였다. FoxO1 결손은 생쥐의 골격근에서 인슐린 자극 포도당 흡수와 공복 지방산 산화를 증가시킴으로써 대사 유연성을 개선하였다. 뿐만 아니라, FoxO1 결손은 에너지 대사의 주요 소기관인 미토콘드리아의 기능에도 영향을 미쳤다. FoxO1 결손은 고지방 식이 섭취 생쥐의 골격근에서 크리스타와 같은 미토콘드리아 구조를 개선시키고 미토콘드리아 융합을 증가시켰다. 또한 전자 수송 사슬 단백질의 발현을 증가시켜 궁극적으로 비만 생쥐의 골격근에서 미토콘드리아 호흡 능력을 향상시켰다. 우리는 전사체 분석을 이용하여 FoxO1 결손이 peroxisome proliferator-activated receptor δ(PPARδ)와 그 표적 유전자의 발현을 증가시킨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흥미롭게도 골격근에서 FoxO1은 PPARδ의 프로모터 영역에 결합하며 PPARδ의 전사 활성은 FoxO1 결핍에 의해 증가하였다. 이는 FoxO1이 PPARδ의 음성 조절자로 작용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또한 FoxO1/PPARδ 이중 결손은 비만 생쥐의 골격근에서 미토콘드리아에 대한 FoxO1 결손의 대사 개선 효과를 무효화하였다. 뿐만 아니라, 인간 골격근에서 FoxO1 단백질이 PPARδ 및 peroxisome proliferator-activated receptor gamma coactivator 1-alpha, 전자전달계 단백질과 음의 상관관계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종합적으로, 골격근 특이적 FoxO1 결손은 PPARδ 증가를 통해 미토콘드리아 기능을 개선하여 비만 마우스에서 대사 유연성 및 운동 능력을 향상시킨다. 따라서 우리는 골격근 FoxO1을 대사 질환의 새로운 잠재적 치료 표적으로 제안한다. Forkhead box protein O1 (FoxO1), a transcription factor, is involved in energy metabolism in insulin-sensitive tissues such as fat and the liver. The skeletal muscle is another insulin-sensitive tissue responsible for approximately 80% of the insulininduced glucose uptake. Although the skeletal muscle is an important strategic target for the treatment or prevention of metabolic diseases, the known function of FoxO1 in the skeletal muscle is limited to the regulation of skeletal muscle mass. Therefore, in this study, I confirmed the role of FoxO1 in skeletal muscle glucose and lipid metabolism following a control and high-fat diet for 14 weeks using skeletal muscle-specific FoxO1 deletion (mFoxO1KO) mice. In human and mouse skeletal muscles, metabolic risk factors, such as aging, obesity, and diabetes, increased FoxO1 gene expression, protein expression, and activity. In contrast, exercise reduced FoxO1 gene expression, protein levels, and FoxO1 activity in human and mouse skeletal muscles. In addition, FoxO1 deficiency significantly improved exercise capacity, such as endurance exercise, in obese mice. Since exercise capacity is closely related to energy metabolism, changes in glucose and lipid metabolism were measured in obese mice using the hyperinsulinemic-euglycemic clamp technique and lipid kinetics measurement technique using stable isotopes. FoxO1 deficiency improved metabolic inflexibility by increasing insulin-stimulated glucose uptake and fasting fatty acid oxidation in the skeletal muscles of obese mice. Furthermore, FoxO1 deficiency improved mitochondrial morphology and increased the number of elongated mitochondria. FoxO1 deficiency also increased protein levels related to the electron transport chain and ultimately enhanced mitochondrial respiratory capacity in the skeletal muscle of obese mice. Using microarray analysis, I identified that FoxO1 deficiency increased the expression of peroxisome proliferator-activated receptor δ (PPARδ) target genes. Interestingly, FoxO1 binds to the promoter region of PPARδ, and the transcription activity of PPARδ is increased by FoxO1 deficiency. Moreover, skeletal muscle-specific FoxO1/PPARδ double knockout abolished the beneficial effects of FoxO1 deficiency on the mitochondria in the skeletal muscle of obese mice. Furthermore, in the human skeletal muscle, FoxO1 protein levels were negatively correlated with PPARδ and electron transport chain protein levels. In conclusion, the deficiency of FoxO1 improves mitochondrial function via increased PPARδ, leading to enhanced metabolic inflexibility and exercise capacity in obese mice. Therefore, I propose skeletal muscle FoxO1 as a potential novel therapeutic target for metabolic diseases.

      • VHTR을 이용한 수소생산 방법의 열역학적 성능 비교 분석

        박소영 경희대학교 대학원 2018 국내석사

        RANK : 247647

        Hydrogen energy has received attention as an eco-friendly energy source without exhaust emissions of environmental pollution such as carbon dioxide. However, since it is not directly extracted underground resource, hydrogen needs to be produced by supplying energy to other existing materials. To produce hydrogen efficiently, one of the options should be use of VHTR (Very High Temperature Gas cooled Reactor) which is capable of supplying high temperature heat source. There are a few methods to produce hydrogen using VHTR: SMR (Steam Methane Reforming), HTSE (High Temperature Steam Electrolysis) and SI (Sulfur Iodine) thermo-chemical methods. SMR method produces hydrogen using steam reforming and shift reaction. HTSE method decomposes steam using electricity. SI thermo-chemical method produces hydrogen using Bunsen’s reaction, decomposition reactions of sulfuric acid and hydrogen iodide. In this study, I proposed the thermal conversion system models which generate hydrogen, process heat, and electricity from a secondary system by receiving the heat source of a primary system. In addition, thermodynamic performance of the entire cycle was compared and analyzed using the flowsheets of reference for SMR, HTSE, SI thermo-chemical methods. The operating conditions for reactor hotleg was considered to be 950℃, 850℃, and 750℃ respectively. Based on thermodynamic steady-state simulation, this study developed numerical model which can calculate the revenue obtained by throughputs in terms of the input ratio of the main material cost. However, when evaluating the revenue of this study, the cost of construction, operating & maintenance was excluded, and only the material cost that is put into operation was considered. It is also noted that changes in market prices of hydrogen, process heat, electricity, and flows distribution in the combined cycle may lead to different trends. 배기가스로 인한 환경오염의 염려가 없는 미래의 무공해 에너지로 수소에너지가 각광을 받고 있다. 그러나 수소에너지는 채굴 가능한 지하자원이 아니므로 기존의 다른 물질에 에너지를 공급하여 생산되어야 하는데 대량의 수소생산을 위해서는 950℃ 이상의 고온의 열을 공급할 수 있는 초고온가스로 (Very High Temperature gas-cooled Reactor; VHTR)와의 접목이 유용하다. 본 연구에서는 Steam reforming과 Shift reaction을 통해 수소를 생산하는 SMR(Steam Methane Reforming)방법, 수증기 분해반응을 이용하여 수소를 생산하는 HTSE(High Temperature Steam Electrolysis) 방법과 분젠반응, 황산 분해반응, 요오드화수소 분해반응을 이용하여 수소를 생산하는 SI(Sulfur Iodine)열화학 방법에 대해 각각 초고온가스로의 열원을 이용하여 이차계통에서 수소, 공정열, 전력을 순서대로 생산하는 열변환 계통 모델을 제안하였다. 참고문헌 14를 통해 얻은 VHTR 출구온도별(950℃, 850℃, 750℃) 수소공정 데이터를 이용하여 전체 사이클에 대한 열역학적 성능 비교 분석 및 수소, 공정열, 전기로 얻을 수 있는 시간당 매출(\/h)에 대한 평가를 진행하였다. 또한 주요 재료비 투입 비율에 대한 수소로 얻을 수 있는 매출과 이에 따른 공정열, 전기의 생산 비율을 수치적으로 얻을 수 있는 민감도 분석 모델을 개발하였다. 그러나 본 연구에서는 설비의 건설, 정비, 운영 기기 등에서 소요되는 비용은 배제되었으며, 수요시장의 변화로 수소, 공정열, 전기 및 재료의 가격이 변동되고, 복합 사이클 내의 유량배분이 달라지면 위 결과와 다른 추세를 보일 수 있어 추가 연구가 지속될 필요성이 있다.

      • 면역 항암제 PD-1 inhibitor Nivolumab과 Pembrolizumab의 피부 부작용 분석

        박소영 成均館大學校 2017 국내석사

        RANK : 247647

        최근 면역 항암제의 연구가 활발해짐에 따라 적응증 또한 점점 확대되고 있으며 그에 따른 처방 또한 증가하고 있다. 국내 승인된 면역 항암제 중 nivolumab과 pembrolizumab의 피부 부작용에 관한 비교 연구는 자료가 부족하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PD-1 inhibitor인 nivolumab과 pembrolizumab을 처방 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하여 각 약물의 처방 현황, 그에 따른 피부 부작용의 발생 여부 및 그 중증도 등급(Grade, 이하 Gr)을 파악하여 분석하고자 하였다. 이 연구는 2015년 5월부터 2017년 2월까지 18개월 동안 삼성서울병원의 혈액종양내과 환자 중 nivolumab(옵디보 주®)와 pembrolizumab(키트루다 주®)를 최소 1회이상 투여 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다. 연구 대상의 전자의무기록을 통해 대상 환자의 성별, 연령, cancer type, 피부 부작용 발생여부와 증상 및 중증도, 검사결과 등을 후향적으로 조사하였다. 대상 환자 255명 중 nivolumab이 처방된 환자는 114명, pembrolizumab이 처방된 환자는 141명이었다. nivolumab의 경우 pembrolizumab에 비해 lung cancer에 높은 비율로 처방되었고, melanoma와 lymphoma에는 비교적 낮은 비율로 처방되었다(p<0.001). PD-L1 검사의 경우 음성 발현을 보이는 비율이 nivolumab군(16.7%)이 pembrolizumab군(5.0%)에 비해 유의하게 높은 분포를 보였다(p=0.003). 이 중 피부 부작용이 발생한 환자는 38명(14.9%)으로 두 항암제 투여군 간에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p=1.000). 피부 부작용 증상은 “Rash”, “Pruritus”, “Urticaria”를 구분하여 분석하였다. 피부 부작용 onset의 경우 두 군 모두 평균 1차수에서 발현되었고 두 군 간의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p=0.397). 그러나 부작용 증상별 중증도 비교 시 pruritus의 경우 Gr 1이 86%인 것에 비해 rash는 Gr 2가 44.8%로 증상별 중증도가 비교적 높았다(p=0.006). 부작용 증상별 onset 비교 시 rash의 경우 투여차수 2-5차에서 높은 비율(55.2%)로 발생함을 알 수 있었다(p=0.049). 세 증상은 서로 독립적 발생인 것에통계적으로 유의한 연관성이 있었으며 셋 중 둘 이상의 부작용이 발현된 환자는 11명(4.3%)이었다(χ2 42.5, df=7, p<0.001). 추가로 PD-L1 발현 하위그룹, 유전자 발현 하위그룹과 피부 부작용 간의 연관성을 각각 살펴보았으나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다(각각 p=0.294, p=1.000). 피부 부작용의 영향인자 분석결과, 피부 부작용은 투여차수가 1차 증가할 때마다 1.167배(CI:1.071-1.261, p<0.001)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졌고 치료기간이 1일 증가할 때마다 1.004배(CI:1.000-1.008, p=0.028) 발생할 가능성이 유의하게 높아졌다. 본 연구는 국내에서 면역 항암제의 연구가 아직 부족한 실정 속에서 임상적으로 면역 항암제 PD-1 inhibitor의 처방 현황과 그에 따른 피부과적 부작용을 분석해본 첫 연구라는 것에 의미가 있으며 환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하여 피부과적인 부작용뿐만 아니라 면역학적으로 다른 부작용들까지 분석한 추가 연구가 필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 중소기업지원제도의 효과측정 및 개선에 관한 연구 : Concordance Process를 중심으로

        박소영 인하대학교 경영대학원 2010 국내석사

        RANK : 247647

        정부에서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들을 수립, 집행하는 이유가 단순히 어려운 상황에 있는 중소기업들을 도와주기 위한 것이라면, 이는 정부의 역할을 제대로 다한 것이라고 보기는 어렵다. 지원제도나 정책을 통해서 어려움을 극복한 중소기업이 자생, 자립하고, 그러한 중소기업들간에 경쟁과 협력이 발생해야 하며, 궁극적으로 국가전체의 산업발전으로 연결될 수 있어야만 한다. 본 논문은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이 중소기업들간의 경쟁과 협력을 유발하기 위한 여건을 제대로 제공하고 있는지를 파워의 속성 및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을 중심으로 실증적으로 연구하고, 그 연구결과에 따른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에 관한 개선의견을 제시함으로써 우리나라 중소기업들의 경쟁력향상에 기여하고자 한다. 경제이론에 등장하는 시장, 제도, 문화 등은 모두 인간이나 조직의 내부 또는 외부행동에 영향을 미친다는 점에서 파워라 볼 수 있고,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은 중소기업인들의 생각이나 경제적 행동을 지배하는 점에서 파워(가시적 파워)에 해당한다. 파워에는 다섯 속성(창조속성, 보존속성, 결합속성, 지배 및 귀속속성)이 있다. 파워의 다섯 속성은 경쟁과 협력의 관계에 있으므로, 이러한 속성이 중소기업구성원들 모두에게 이익이 되게 능률적, 동시다발적으로 작용할 경우 상생과 협력을 유발하게 된다. 이러한 파워주체(개별 중소기업 또는 중소기업들 상호간)의 경쟁과 협력의 동적 과정을 Concordance Process라고 한다. 그러나 파워의 다섯 속성은 다음의 네 가지 비합리적 조건 중 한가지 이상에 지배될 경우 능률적, 동시다발적인 작용을 제대로 할 수 없게 된다. 1.파워의 순환이 합리성에 의존하지 않고 감정이나 군중심리와 같은 파행적 동학에 의존하는 경우 2.파워주체의 표출된 욕구와 내재된 욕구가 다른 경우 3.파워주체들의 욕구가 서로 다르면서 파워의 크기가 대등한 경우 4.파워의 주체적 변환에너지가 역기능적 파워에 의하여 무효화된 경우 그러므로 중소기업들(파워주체)이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가시적 파워)을 통해서 제대로 경쟁하고 협력하기 위해서는, 그 과정이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에 지배되지 않아야 한다. 이러한 관점에서 본 논문은 아래와 같이 2개의 가설을 설정하였다. 가설1: 중소기업들이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과 관련하여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에 지배되지 않을수록 중소기업들 사이에서는 Concordance Process가 활발히 작용할 것이다. 가설2: 중소기업들간의 Concordance Process가 활발히 작용할수록 성과는 긍정적으로 나타날 것이다. 이러한 가설을 실증분석하기 위해서 2009년 11월 16일부터 2009년 12월 5일까지 인천 및 부천지역을 중심으로 중소기업의 생산책임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고, 96개 기업이 설문에 응답하였다. 조사대상기업의 주요 특성을 보면, 설립년도는 1991년 이전 설립된 회사는 26.2%, 2001년 이후 설립된 회사는 38.6%였고, 종업원수는 10인 미만 25.9%, 10인 이상 20인 미만 29.4%, 20인 이상 50인 미만 20%, 50인 이상 24.7%였으며, 경영자의 81%가 대학교 졸업이상의 학력을 보유하고 있었다. 조사대상기업 중 금속∙기계 25.6%, 전기∙전자 18.6%, 목재∙건설, 식품∙잡화가 각 8.1%를 차지하였다. 위와 같이 수집한 자료를 바탕으로 각 기업을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군 및 파워속성군으로 나누어 기업성과를 분석하고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비합리성)과 파워의 다섯 속성의 상호관련성을 분석함으로써 가설을 검증하였다. 그 결과 다음과 같은 연구결과를 도출하였다. 첫째,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의 수립 및 집행과정이 비합리성의 지배를 많이 받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조상대상업체 96개 기업중에서 61.4%인 59개 기업이 비합리성 조건요인 8개 모두에 의해서 지배받고 있었다(본 논문에서 비합리적 조건Ⅱ군). 둘째, 비합리적 조건Ⅰ군, Ⅲ군은 비합리적 조건Ⅱ군보다 비합리성의 지배를 덜 받고 있기는 하지만, 각각 비합리성 조건요인 8개 중에서 3개에 의해서 지배받고 있었다. 구체적으로 보면, 조사대상업체의 27.1%인 26개 기업이 속해있는 비합리적 조건Ⅰ군은 정책의 보편성, 신뢰성, 업무갈등해결, 부당한 업무간섭 요인에 대해서는 합리적 수준이 높다고 하였으나, 정책의 일관성, 윤리성, 사후관리, 적절한 업무재량권에 대해서는 비합리적이라고 하였으므로, 상당부분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조사대상업체의 11.4%인 11개 기업이 속해있는 비합리적 조건 Ⅲ군은 정책의 일관성, 윤리성, 관련규정정비, 적절한 업무재량권에 대해서는 합리적 수준이 높다고 하였으나, 정책의 보편성, 업무갈등해결, 부당한 업무간섭에 대해서는 비합리적이라고 하여 역시 상당부분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셋째, 기업의 설립년도, 최고경영자의 학력, 종업원수, 자본금규모, 업종에 관계없이 대부분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었다. 이는 기업자체의 문제라기 보다는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의 수립 및 집행과정 자체에 많은 문제점이 있는 것으로 생각된다. 이경환(2007)은 파워의 핵이 없을 경우 30~50%의 구성원이 의지가 있을 때 Concordance Process가 가능하다고 보았는데, 본 연구결과에 의하면 대부분의 중소기업들이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었으므로 Concordance Process가 유발되기는 어려운 상황이었다. 이러한 부분은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경쟁력 제고에 대한 결림돌이 되고 있으므로, 우리나라의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은 위에서 살펴본 비합리성(파워의 비합리적 조건)을 제거하기 위한 정책적 개선을 도모해야 한다. 넷째, 가설1은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에 지배되지 않을수록 중소기업들 사이에서 Concordance Process가 활발히 작용할 것이다라는 것이었으나, 분석결과 조사대상기업 중에서61.4%가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었고, 나머지 기업들도 상당부분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었으므로 Concordance Process가 불가능한 상황에 있음을 확인하였다. 다섯째, 기업들이 위와 같이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에 관한 비합리성의 지배를 받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표본 중소기업들 중에는 경쟁과 협력의 Concordance Process가 일어나고 있는 기업도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경환(2007)은 어려운 상황에서는 생존본능이 그렇지 않은 경우에 비하여 2~3배 정도 증가한다고 하였는데, 위 기업들은 생존본능으로 Concordance Process를 일으키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여섯째, Concordance Process가 유발된 기업들은 대체로 그렇지 않은 기업들에 비해 기업성과가 높게 나타났다. 따라서 정부는 중소기업지원제도나 정책을 추진하면서, 제도나 정책의 수립과 집행과정에서 파워의 비합리적 조건을 제거하기 위한 부단한 노력을 해야 하고, 더 많은 기업들이 Concordance Process를 전략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연구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필요가 있다. The support system or policy for small & medium business cannot seem to complete its task only to help the small & medium business which is in the hardship. It is desirable that the Small & medium business which overcomes the adversity through government’s system or policy should be developed by itself. And by this means, the competitive and cooperation between businesses should arise, and these ultimately should be connected to the development of industry in whole country. This Study empirically investigated weather support system or policy provide with circumstance for competition and cooperation or not. It based on the attribute of the power and the irrational conditions of the power and will be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competitiveness of small & medium business. Market, system, culture which appears in economy theory can be evaluated as power at the point that they have an influence on human being and group. Small & medium business support system or policy also can be appreciated as power because they control the thought or economic activity of entrepreneur. Power has five attributes (creativeness, conservation, combination, domination & belonging). These five attributes of the power compete and cooperate each other. If these operate efficiently and simultaneously to the direction for advantage of every members of small & medium business, they cause mutual surviving and cooperation. This active process of the power subject(each Small & medium business or mutual businesses) which compete or cooperate is named the Concordance Process. If the five attributes of the power are ruled by more than one among the irrational conditions of the power, efficient and simultaneous operation is disturbed. 1. the case that circulation of the power is rely on the emotion or mass psychology, not on the rationality 2. the case that the expressed desire of the power subject is different from the internal desire 3. the case that the desires of the power subject are different, but its powers are same 4. the case that the positive convert energy of the power is nullified by the dysfunctional power So, Small & medium business should not be control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s of the power. To prove this opinion, there are Two hypotheses in this study. hypothesis 1: the less small & medium business is ru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 of the power, the more Concordance Process works actively between small & medium businesses. hypothesis 2: the more the Concordance Process works actively between Small & medium businesses, the more positively appears the accomplishment of Small & medium businesses. To analyze this hypothesis empirically, this conducted a question survey to product manager of small & medium businesses located in Incheon and Bucheon area, and 96 managers answered the research. The main characteristic of object businesses are 1) 26.2% of companies were found before 1991, and 38.6% were found after 2001, 2) 25.9% of companies are employing less than 10 workers, 29.4% are employing more than 10 and less than 20 workers, 20% are employing more than 20 and less than 50 workers, and 24.7% are employing more than 50 3)81% of managers graduated from university or graduate school. 25.6% of companies are related to metal or mechanic industry, 18.6% are electric or electron, 8.1% are lumber or construct, and 8.1% are food or household goods. I classified each business to irrational condition group and power attribute group, and examined my hypotheses about interrelationship between the irrational conditions of the power and five attributes of the power. As a result, I drove the conclusion as following. First, many irrational conditions are intervened to small & medium business support system. Among 96 surveyed companies, 61.4% of companies (59 companies), which are included to irrational condition group II, answered all 8 irrational factors were irrational. Second, irrational condition group I and II, compared to Group III, are less controlled by irrational factors. But they answered 3 irrational factors were irrational. Irrational condition group III(11 companies, 11.4%) answered the level of rationality of 3 factors(universality of policy, business conflict solution, unjustified outside intervention) are low, and irrational condition group I(26 companies, 27.1%) answered the level of rationality of 3 factors (consistency of policy, morality & supervision, discretion of managing) are low. Third, most of small & medium business is ru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 of the power without concerned with founding year, educational background, scale of the employed and capital, and type of business. Lee kyung hwan(2007) said that if core of the power does not exist, the Concordance Process can be arisen by will of 30%~50% members. According to the result of my research, the Concordance Process is impossible, because most of small & medium business is ru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 of the power. Fourth, the hypothesis 1 is that the less small & medium business is ru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 of the power, the more the Concordance Process works actively. But it is impossible, because most of small & medium business is ru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 of the power. Fifth, even if small & medium business controlled by the irrational conditions with regard to support system or policy, there were the Concordance Process by operating the attributes of the power efficiently and simultaneously. Lee kyung hwan(2007) said that survival instinct increase two or three times under the hardship. These companies seem to create the Concordance Process by the survival instinct, Sixth, the businesses, which were provoked into the Concordance Process, accomplished higher goal than the business which are not. So the government needs to try to remove the irrational conditions of the power during enforce the support of small & medium business, and it is should be continue study for that more companies can use the Concordance Process strategically.

      • 초등학생의 긍정 및 부정 정서와 학교생활적응과의 관계에서 자아탄력성의 조절효과

        박소영 계명대학교 대학원 2015 국내석사

        RANK : 247631

        본 연구는 초등학생의 긍정 및 부정 정서와 학교생활적응과의 관계에서 자아탄력성의 조절효과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본 연구의 대상은 D광역시에 소재하는 4개교 초등학교 4~6학년 남녀학생 397명이다. 사용한 측정도구는 PANAS-X 척도, 아동용 탄력성 척도, 학령 후기 아동용 학교적응 척도이다. 수집된 자료는 SPSS 20.0 통계프로그램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조사대상자들의 성별, 학년별 분포를 알아보기 위하여 빈도분석을 실시하였고, 각 척도의 신뢰도를 검증하기 위하여 Cronbach's α 계수를 산출하였다. 또 주요 변인간의 상관관계를 알아보기 위해 Pearson의 이변량 상관분석을 실시하였다. 긍정 및 부정 정서와 학교생활적응에 영향을 미치는 과정에서 자아탄력성의 조절효과를 알아보기 위해 위계적 중다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초등학생의 긍정 정서와 학교생활적응과의 관계에서 자아탄력성의 조절효과가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나타났다. 또한 초등학생의 긍정 정서와 학교생활적응의 하위요인 중 학업태도/규칙준수, 교사와의 관계에서 자아탄력성이 조절효과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초등학생의 부정 정서와 학교생활적응과의 관계에서 자아탄력성이 조절효과를 가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연구결과에 따르면, 긍정 정서가 높을 경우 스트레스와 역경에서도 긍정적으로 해석하고 적응하는 자아탄력성이 학교생활적응을 더욱 높이는 반면, 부정 정서가 높을 경우 자아탄력성의 조절효과가 나타나지 않았다. 이러한 결과는 부정 정서에서도 학교생활적응을 높일 수 있는 내적요소로서 자아탄력성을 강화하는 데 관심과 노력이 필요함을 시사한다. This study examined the moderating effects of ego-resilienc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ositive and negative emotions and school adjustment among the elementary school students.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397 students who were in the fourth, fifth, and sixth grades at four elementary schools in D city. The instruments used for this study were the Korean Positive and Negative Affect Schedule-X, the Resilience scale for children, and the school Adjustment scale for school-aged children. The collected data was analyzed using SPSS 20.0 program. Frequency analysis was conducted to find out distribution by gender and class and Cronbach’s α was used to verify the reliability of each scale. In addition, Pearson's bivariate correlation analysis was administered to determine the correlation among variables. Multiple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was also conducted to find out the moderating effects of ego-resilienc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ositive and negative emotions and school adjustment among the elementary school students. The result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ego-resilience has moder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positive emotions and school adjustment. It was found that ego-resilience has moder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s between positive emotions and the school adjustment sub-factors of academic attitude/rule observance and relationships with teachers. Second, it was found that ego-resilience does not have a moder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negative emotions and school adjustment. The results reveal that ego resilience improves the school life adaptation under stress and adversity when positive emotions is at high level, but the moderating effect of ego-resilience did not appear when negative emotions is at high level. These results suggest that attention and efforts are needed to strengthen the inner self to improve school adjustment.

      • 임상실습에서의 돌봄 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적용 효과

        박소영 강원대학교 대학원 일반대학원 2015 국내박사

        RANK : 247631

        간호는 각 개인의 고유한 독자적 특성과 상황을 염두 해 두고 안위를 도모하며 돌봄을 실행하는 실천학문으로 돌봄은 간호의 본질이자 도덕적 이상이며 간호교육과 간호실무의 핵심가치이다. 따라서 간호교육에서 돌봄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노력들이 필수적으로 요구된다. 돌봄은 타인에 대한 도덕적 감수성과 정서적 능력이 개발되었을 때 상호인간관계 속에서 실현될 수 있으므로 기존의 간호교육에서 강조해왔던 과학적, 기술적 영역처럼 미리 정해진 강의나 연구과정을 통해 향상되기는 어렵고 인본주의적 가치를 중심으로 한 도덕적, 경험적 영역이 간호교육에 포함되어야 돌봄 능력이 향상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임상실습에서 간호대학생의 돌봄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Watson의 인간 돌봄 과학 이론을 토대로, Kim (1999)의 비판적 성찰 탐구 방법을 활용한 돌봄 능력 향상 프로그램을 개발?적용하여 그 효과를 확인하고자 시도되었다. 연구방법은 비동등성 대조군 전후 설계에 의한 유사 실험 연구이며, 연구결과 검정을 위해 양적방법 뿐 아니라 질적 방법을 병행하는 연구방법 간 트라이앵귤레이션(triangulation)방법을 적용하였다. 임상실습에서의 돌봄 능력 향상을 위해 개발된 본 연구 프로그램은 4회의 강의실 교육을 통해 Watson의 돌봄 이론을 체계적으로 학습하는 과정과 6주 임상실습 기간 동안의 돌봄 경험을 Watson의 10가지 돌봄 요인을 준거로 하여 비판적으로 성찰하고 이에 대한 돌봄 성찰일지를 작성하고 피드백을 받는 과정으로 구성되었다. 연구대상자는 U시 1개 대학의 3학년 간호대학생 57명으로 실험군 28명, 대조군 29명이며, 자료 수집은 2014년 8월 25일부터 10월 13일까지 이루어졌다. 설문을 통해 수집된 양적 자료는 SPSS/WIN 18.0을 이용하여 일반적 특성은 실수, 백분율로, 돌봄 효능감은 평균과 표준편차로 분석하였고, 실험군과 대조군의 사전 동질성 검정은 독립표본 t-test와 χ2-test, Fisher’s exact test로, 종속변수의 정규분포 검정은 Kolmogorov-Smirnov test로, 가설은 t-test로 검정하였으며, 포커스 그룹 인터뷰를 통해 수집된 프로그램 참여 후의 변화에 대한 질적 자료는 내용분석 방법을 통해 분석하였다. 분석을 통해 확인된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돌봄 능력 향상 프로그램에 참여한 실험군은 참여하지 않은 대조군 보다 돌봄 효능감 점수가 높을 것이다.’라는 가설은 실험군 5.01±0.35점, 대조군 4.50±0.42점으로 실험군의 돌봄 효능감 점수가 대조군에 비해 유의(t=7.62 p<.001)하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지지되었다. 2. 돌봄 능력 향상 프로그램 참여자들의 프로그램 참여 후 변화에 대해 분석한 결과 ‘진심으로 소통하는 관계’, ‘대상자를 통한 성장’, ‘돌봄의 내재화’의 3가지 주제가 도출되었다. 첫 번째 주제인 ‘진심으로 소통하는 관계’는 참여자(돌봄 제공자)와 대상자(돌봄 대상자)가 고유한 인간으로서 서로의 존재를 인식하고 그대로의 모습으로 인정하고 받아들임으로써 상호 존중하고 배려하는 관계를 형성해 가는 것을 의미한다. 두 번째 주제인 ‘대상자를 통한 성장’은 참여자들이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대상자에게 관심을 갖고 자신의 역할을 수행해 가는 과정 속에서 사소하지만 대상자 입장에서 의미 있는 돌봄 행동들을 인식하고 대상자의 눈높이에 맞추어 돌봄을 실천해 가면서 점차 성장해 가는 것을 의미한다. 세 번째 주제인 ‘돌봄의 내재화’는 참여자들이 돌봄 성찰 일지 작성과정을 통해 지속적으로 돌봄 경험을 재탐색하고, 작성된 돌봄 성찰 일지에 대한 피드백 과정을 통해 자신의 돌봄 경험에 대해 소통하고 지지받으면서 궁극적으로 돌봄을 자신의 것으로 받아들이고 내재화시켜 그 결과 점차적으로 돌봄 능력이 향상되어 가는 것을 의미한다. 이상의 양적?질적 연구결과를 종합해 볼 때 참여자들은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상호관계 속에서 이루어지는 돌봄의 의미를 깨달았고, 10가지 돌봄 요인을 준거로 한 돌봄 행동을 통해 초개인적 돌봄 관계를 경험하게 되었으며 주기적으로 작성한 돌봄 성찰일지를 통해 돌봄을 내재화함에 따라 자신의 돌봄 능력에 대한 확신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Watson의 주장처럼 돌봄은 돌봄 기회에 의해 창조되며 돌봄 실천을 위한 방향과 행동을 지시하는 10가지 돌봄 요인을 통한 초개인적 돌봄 관계 속에서 실현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결과이다. 간호교육을 통해 학생 때 개발 된 돌봄 능력이 간호사의 돌봄 능력을 예측하는데 중요한 요인임을 고려한다면 간호대학에서의 돌봄 능력 향상 교육은 필수적으로 요구된다. 이에 Watson의 돌봄 이론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과 임상실습에서의 돌봄 경험을 Watson의 10가지 돌봄 요인을 준거로 하여 비판적으로 성찰하고 이에 대한 돌봄 성찰 일지를 작성하도록 구성된 본 프로그램은 대상자와의 상호관계 중심의 돌봄 능력 개발에 초점을 두고 시행되는 임상실습에서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으며 또한 돌봄 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평가와 간호교육 분야에서 학습의 목적으로 성찰과 성찰일지를 활용하고자 하는 연구의 기초자료로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Nursing is a practical discipline that maintains the wellness of individuals and cares for them with a focus on each patient’s unique personal characteristics and situations. Accordingly, caring is the very essence and moral ideal of nursing, as well as the core value of nursing education and nursing implementation. Thus, it is fundamentally necessary to enhance caring abilities in those receiving nursing education. Because caring can be realized in interpersonal relationships where moral sensitivity and emotional abilities are developed, it is difficult to improve caring abilities through a fixed lecture or research process, such as in the scientific or technical fields currently emphasized in nursing education. Caring abilities may instead be improved when moral and experiential domains focused on humanistic values are included in nursing education. Accordingly, this study develops, applies, and ascertains the effects of the caring ability improvement program using Kim’s critical reflective inquiry (1999), based on Watson’s theory of human caring science, in order to advance nursing students’ caring abilities during clinical practices. The current study employed a quasi-experimental research method, using a nonequivalent control group pre-post test design. To verify research results, triangulation incorporating both qualitative and quantitative methods was used. Developed to enhance caring abilities in clinical training, the research program utilized a process in which Watson’s caring theory was systematically taught through four classroom sessions. Then, another process demanded the participants critically self-examine, write a caring reflective journal about, and receive feedback on, their caring experiences over a six-week clinical training based on Watson’s ten carative factors. A total of 57 nursing students were recruited from a nursing college in U city. Participants were divided into an experimental group of 28 and a control group of 29. Data were collected from August 25 to October 13, 2014. The quantitative data collected from the survey were analyzed with SPSS/WIN 18.0. General characteristics were analyzed using real numbers and percentages. Caring efficacy was analyzed using means and standard deviations. Independent two samples t-test, χ2 test, and Fisher’s exact test were performed for the preliminary homogeneity test, and Kolmogorov-Smirnov test was performed for the test of normal distributed dependent variables. A t-test was used for hypothesis testing, and qualitative data collected from focus group interviews were analyzed with a content analysis method. The results of this study, as confirmed via the subsequent analysis, are as follows: 1. The hypothesis that “the caring efficacy scores of the experimental group, who participated in the caring ability improvement program, will be higher than those of the control group, who did not participate in the program” was supported by the fact that the experimental group’s caring efficacy scores (5.01±0.35) were higher (t=7.62, p < .001) than those of the control group (4.50±0.42). 2. According to the analysis, the changes that participants experienced after their participation in the program were found to be ‘wholeheartedly communicating relationships,’ ‘growth through clients,’ and ‘internalization of caring.’ The first theme, ‘wholeheartedly communicating relationships,’ refers to the construction of participant-client relationships in which both parties mutually respect and care for each other by recognizing each other as unique human beings, as well as acknowledging and accepting each other for who they are. The second theme, ‘growth through clients,’ refers to the growth experienced by participants. They, in the process of taking interest in their clients and performing their roles as nurses, recognize how much their seemingly simple caring activities mean to their clients and implement these caring activities at the level of recipients’ needs. The third theme, ‘internalization of caring,’ refers to how participants may continuously reexamine their caring experiences via writing in their caring reflective journals; share ideas and find support for their own caring experiences via receiving feedback on their caring reflective journals; and, ultimately, enable their own caring abilities to improve over time by accepting and internalizing caring itself. The qualitative and quantitative study results conclusively indicate that participants have become more confident in their caring abilities by realizing the meaning of “caring” in mutual relationships, experiencing a transpersonal caring relationship through caring activities based on the ten carative factors, and internalizing caring via periodically writing in caring reflective journals. This shows that caring may be induced through a caring occasion, as claimed by Watson, and that caring may be realized in a transpersonal caring relationship through the ten carative factors that spearhead the directions and behaviors for the implementation of caring activities. Given that the caring abilities developed through nursing education while in school can be important factors in predicting nurses’ caring abilities, education that enhances caring abilities is fundamentally necessary in nursing schools. In this regard, the program enables Watson’s ten carative factors to be critically reflected in caring experiences from systematic education and clinical training on Watson’s caring theory. It also allows one to compose a caring reflective journal on the said topic. The program may be effectively utilized during clinical training that focuses on developing mutual participant-client relationships. It may also act as source material for research concerned with program development and evaluation that both enhances caring abilities and involves reflection and reflective journals for academic purposes in the field of nursing education.

      • 경북 일부지역 중학교 점심 급식의 소금 함량 및 소금 섭취 관련 식행동 조사

        박소영 대구가톨릭대학교 교육대학원 2015 국내석사

        RANK : 247631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salt content of middle school lunch meals and salt-related dietary behaviors in Gyeongbuk area. The researcher collected 231 food items categorizes into 17 menu item groups from lunch samples served at 4 middle school foodservice operations and measured the salinity of the food items, and calculated sodium and salt contents from the salinity. In items of total of salt content in meals for lunch is 4.72 g, which is 94% of the daily target intake (5 g) presented by the Dietary Reference Intakes for Koreans(KDRIs). School lunches provided by the menu's total average salinity is 1.07%. Boiled-vegetables were highest 1.98% in salinity, followed by kimchi 1.95%, fresh-vegetables 1.77%, roasted foods 1.60%, stir-fried foods 1.46%, hard-boiled foods 1.37%, pan-fried foods 1.23%, one-dish rices · noodles 1.10%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terms of total salt content per servings is 0.69 g. One-dish rices · noodles 1.89 g, stews 1.38 g, steamed foods 1.13 g, broths 1.05 g, soups 1.01 g, kimchies 0.87 g, roasted foods 0.77 g, hard-boiled foods 0.74 g were higher than the total average(0.69 g) salt contents. Greatest contributor to the salt content in a meal was one-dish rices · noodles(40.5%). The salt-related dietary behaviors were collected from subjects, including 253 male and 210 female middle school students. This survey was conducted using self-boarding questionnaires. By the stage of salt-related dietary behaviors, the ‘Pre-contemplation stage(not considering reduced salt intake)' comprised 57.3%, ‘Contemplation stage(considering reduced salt intake)' 12.2%, 'Preparation stage(before reducing salt intake)' 7.4% and 'Action stage(reduced salt intake and maintenance)' 23.2%. In the stage of change,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according to the school(p<0.01), and were not differences by general characteristics and parent's. Male had higher salt-related dietary behavior score more than female, students who had more pocket money had higher the score, and action group had lower the score than other group. Among the 10 items of salt-related dietary behaviors, only 4 of them showed over average score(2.92/5.00), including behaviors of likes kimchi, completely consuming snacks and processed foods, drinking the broths of soups. The salt-related dietary score of male was higher than female, action group's score was lower than other stage. Restaurant food is more saltiness than home and school foodservice. Only 22.5% of subjects had experience of receiving nutritional education about salt related intake.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