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한국 영화의 가족담론을 통해 본 여성주체

        신정원(Shin, Jung Won ) 한국여성철학회 2017 한국여성철학 Vol.27 No.-

        본 연구는 한국 여성 경험의 철학화를 위하여 한국 여성의 경험이 갖는 특수성을 가족관계의 맥락을 중심으로 논할 것이다. 이를 위하여 한국영화 속에 나타난 가족관계의 변화가 한국여성주체 형성에 갖는 철학적 함의를 밝힐 것이다. 전통적 유교사회에서 가족관계에 강하게 얽매여있던 한국 여성의 경험은 근대와 탈근대 사회를 통과하면서 급격한 변화를 겪어왔다. 이와 같은 변화가 한국의 여성주체 형성에 갖는 철학적 함의를 이끌어내기 위하여, 한국영화 속에 나타난 여성주체를 구성하는 다양한 가족관계의 경험에 주목하고 이를 철학적으로 분석할 것이며 특히 두 편의 영화 <하녀>를 중심으로 논의할 것이다. 근대 사회에서의 굴곡과 변형을 거쳤으며 탈근대 사회 안에서의 다원성과 해체에 직면한 ‘여성주체’가 무엇인지는 여러 각도에서의 철학적 논의를 필요로 한다. 현대 한국의 여성주체는 전통 사회의 이데올로기에서 벗어나려고 하지만 여전히 변형된 전통적 질서와 가족관계의 맥락에 영향을 받는 존재이며, 근대화와 탈근대가 심어놓은 가치들을 내면화하면서도 현실의 모순과 한계에 어느 정도 안주하고 있는 존재, 자발적이고 주체적인 의지로 삶을 이끌어나가는 듯하지만 여전히 자본주의 사회의 보이지 않는 권력관계 안에서 가족들과 타인들의 시선을 의식하면서 살아가는 존재이다. 이와 같은 여성의 모습들을 영화 텍스트를 통하여 살펴보고 가족과 한국여성주체의 관계, 탈근대 이후 새로운 가족관계 속에서 여성주체의 가능성이란 무엇인지를 논의할 것이다. In view of a philosophical discussion, this study discusses the experiences of Korean women based on the context of family relations. For this purpose, it sheds light on the philosophical implications that various changes in family relations have on the formation of female identity. Whereas Korean women in the past had faced strict constraints dictated by the behavioral norms expected in family relations within traditional Confucian society, the modern and postmodern eras ushered in rapid changes for Korean women. To draw the philosophical implications that such changes place upon the formation of Korean female identity, this study focuses on family relations and the range of experiences portrayed in Korean movies, and analyzes them from a philosophical perspective. A review of the female identity, which has undergone significant change in the context of modern society, and which is now faced with pluralism and dissolution in postmodern society, requires a philosophical discussion from various perspectives. Though today’s women are striving to part with traditional ideologies of the past, they are still largely influenced by modified traditional norms and family relations. To some degree, they live with the contradictions and constraints of reality, despite having internalized modern and postmodern values. Although they seem to be taking the initiative and leading independent lives, they are still concerned about how they are viewed by others in and outside the family due to the invisible relationships of power in the capitalist society. By reviewing images of Korean women through their dialogues in movies, this study discusses the relationship between Korean women and their families, and how their identity might evolve within redefined family relations of the postmodern era.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후보

        한국 신화 속의 여성의 주체의식과 모성 한국 신화 속의 여성의 주체의식과 모성 - 어머니의 원형적 이미지 분석과 모성이데올로기의 비판

        장영란 한국여성철학회 2007 한국여성철학 Vol.8 No.-

        본 논문은 한국 신화와 설화에 나타난 어머니의 원형적 이미지를 분석하여 현대 사회의 여성에게 제시할만한 긍정적인 가치관을 비판적으로 수용하고 이론화시키는 데 주요 목적이 있다. 우선 한국의 우주기원신화에서는 여성신이 우주의 만물을 낳는 어머니 신으로 등장하지 않고 다른 남신과 같이 창조하는 신으로 등장하여 생명의 원천으로서 본래적 능력을 상실하고 있다. 다음으로 한국 영웅 신화 속에서 어머니는 처녀로서 원치 않는 임신을 하여 영웅을 출산하지만, 영웅이 아버지이자 아들로서 가부장의 역할을 하기 때문에 어머니로서의 본래적 기능을 하지 못한다. 때로는 엄청난 희생의 대가로 결국 영웅의 어머니로서 신적인 지위를 획득하는 것은 모성 신화와 이데올로기의 전형적 특징이라 할 수 있다. 또한 한국 계모 설화 속의 어머니는 혈연중심의 이분법적 가치관에 의해 분열적 이미지를 나타내고 있다. 가부장제의 혈연중심주의는 자식을 직접 낳은 친모에 비해 계모는 소외되고 배척하는 특성을 보인다. 이것은 계모뿐만 아니라 친모에게는 억압적인 기제로 작용하여 무조건적인 희생을 요구하는 모성 신화를 한층 강화시킨다. 마지막으로 한국 여성-신 신화에서 어머니는 자신에게 주어진 시련과 고난을 극복하는 과정에서 자신을 삶의 주체로서 확립해가는 특징을 보인다. 이것은 한편으로 모성 신화를 강화시키면서도 다른 한편 으로 전복시키는 결과를 초래한다. 한국 신화와 설화에 나타난 어머니 신화는 비록 생명의 근원과 원천으로서 어머니 여신의 원형적인 모습이 변형시키고 있다. 그렇지만 여성억압적인 가부장제 사회에서 여성은 어머니로서의 삶을 수동적인 방식으로 수용하지만 시련과 고난을 영웅적인 힘을 발휘하여 극복하면서 제한된 범위에서 도덕적 반성과 선택을 통해 주체 의식을 발전시킬 수 있었다고 해석할 수 있다. This article analyzes the archetype of 'Mother', so that it aims to critically receive and theorize positive virtues to be worth presenting to comtemporary women. First, in korean myth of world creation, a goddess is to appear not as a great mother goddess to bring forth everything in world but as creative goddess to make them like other gods. So she has lost her proper power as origin of life. Second, in korean myth of heroes, the mother conceives a child who she doesn't want. But she hasn't proper function as mother because the hero is the role of a patriarch as a father and son. Sometimes it is a general character of 'Motherhood' myth and ideology that acquire a status of goddess at the cost of a great self-sacrifice. Futhermore, in korean folklore of step-mother, the image of mother has been divided by dualistic view of virtue. The blood society of patriarchy has character to alienate and expel stepmother more than true mother bearing a child. Finally, in korean goddess myth, the mother has a character to establish herself as subject of life through trials and sufferings. It is to intensify and overturn the Motherhood Myth. It is the motherhood myth in korean myth and folklore that is transformed the archetype of mother as source of life. Nevertheless women receive passively the life of mother, but control herself through a lot of trials and sufferings. Thus they can be developed the consciousness of self-subject by reflective thought and ethical choice in patriarchic society repressing women.

      • KCI등재후보

        현대 중국 여성 철학 현대화 소고

        이상옥 한국여성철학회 2009 한국여성철학 Vol.11 No.-

        현대 중국 여성에 대한 성찰과 시대적 의미를 구현하는 여성철학의 가능성을 분석하였다. 현대 중국의 여성철학의 존재 가능성과 그 본질에 대한 본체론적 고찰을 시도한다. 그것의 이해를 위해 시대적, 동, 서양 비교 사상적 배경을 살펴 본 것이다. 중국의 역사를 보면 여성에 대한 인식과 존재에 대한 인식의 기초는 현대 문화운동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계몽과 자각, 생활과 정치 권리의 요구가 동시에 이루어졌다. 물론 총 노선으로 군림했던 유가 사상에 대한 철저한 타기가 여성운동의 한 방편으로 사상적 원천을 확보하기 위해 감행되었다. 중국 적화 후에 이데올로기의 고정화와 이에 따른 여성 지위의 평등성 고취, 일방화에 이어 개혁, 개방 이후 실존주의적 경향이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마르크시즘에서 구태여 연원을 찾으려는 시대적 정치적 의미가 짙게 가미된 절충의 결과였다. 합법성은 중국철학과 사상, 학문 전반에 불어 닥친 제2의 문화혁명과 같은 자각적 지식운동이었다. 중국 현대의 현실 세계의 의미를 이론으로 허위적 세계를 구축할 수 있는 능력이 요구된다. 또한 전통 중국의 여성에 대한 관념을 청산하는 것이 필요하다. 즉, 중국적 여성주의의 본질을 추구하고 적절한 대비와 전통 여성주의 사고와의 단절, 계승이 요구되는 것이다. 현대성은 역시 여성철학이 갖추어야 하는 세계성적인 수준과 관련있는 과제이다. 서양 여성운동과 관념의 기원과 그 과정에 대한 해석적 성찰이 우선 요구되었다. 그 다음 중국 현실에서의 "현대성" 획득의 문제에 직면하게 된다. 여성운동과 여성철학의 성립과 배경에는 반드시 이데올로기의 청산적 요소가 개입되어야 한다. 다원주의와 여성이 세계적이고 보편적인 가치와 자유롭고 독립적인 소통이 가능한 경우에 비로소 현대성을 획득하게 되는 것이다. 현재 중국 여성철학의 상황과 그 내용은 본체론적 특징을 띠고 있다. 즉, 그 본질을 규명하기를 시도하는 작업과 다름 아니다. 철학과 더불어 문학 영역에서 공전의 활약을 보인다. 주변적 인물로서 줄곧 역사의 아웃사이더로서 위치했던 여성의 모습이 재확인되기도 한다. 1980년대 이후 두드러진 특징은 소외와 성적인 무의미, 상품성으로서의 관념, 남성과 복장 등 주변적인 여성을 표현해 주는 의미들에 대한 묘사이다. 상품주의의 만연으로 여성은 더욱 더 좌절을 느끼고 잡다한 일상사에 매몰되어 간다. 부권 중심의 중국 사회에서 공공영역의 획득과 점차 두드러지는 여성의 진정한 의미의 자각이 중국 여성철학의 미래를 가늠한다.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explain and interpret 'The Woman' in contemporary China. The approach would be the philosophical categories-epistemology, ontology and value theory. The concrete study method would have the two dimensions-the comparison methods with the Western philosophies and Chinese inner meanings methods with the ancient Chinese traditional thought and philosophical way. I would focus the meanings of Woman in Chinese historical and cultural contexts.With the Woman theme, we would think philosophically the concepts of modernization, rationalization and characterization. The contexts of woman philosophy in China were established through the characterized value world and recognized cognitive system of Chinese history, ideology and life style. The present condition of woman philosophy in contemporary China is in flux situation. The multiple value system, independent society would be the future woman philosophy tendencies with the value compromise between Chinese and Western thought.

      • KCI등재

        ‘친친(親親)’의 역설에 근거한 한국의 다문화적 가족 상황에 대한 전망 - 이주결혼여성을 중심으로 -

        김세서리아 한국여성철학회 2008 한국여성철학 Vol.9 No.-

        논문은 한국의 가부장제적 의식이 다문화주의와 어떻게 갈등하는가를 한국에서의 다문화적 가족 상황을 통해서 살펴본다. 논문에서 이러한 문제의식은 한국의 가부장제와 가족제도에 중요한 기반을 제공하는 친친(親親) 개념을 통해 전개된다. 친친은 일차적으로 가부장 사회를 유지하기 위한 이념적 근거이 며, 혈연을 강조하는 개념이다. 이러한 면에서 친친은 다문화주의와 정체성이라는 범주에서 배제와 분리, 그리고 동화라는 양 극단의 차별 모델을 산출한다는 부정적 의미를 지닌다. 하지만 논문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고 친친이 지니는 역설적 측면에 주목하여, 친친이 다문화적 가치와 서로 갈등하고 반목하는 관계로 남지 않을 가능성을 시사하고자 한다.“친한 이는 친하게 대접받아야 한다.”는 친친의 논리에서 발견할 수 있는 역설의 지점을 살펴보고, 그것이 한국에서의 다문화주의 정착과 관련하여 어떤 긍정적 의미를 지닐 수 있는 것인지를 가늠해본다. This paper attempts to investigate how Korean patriarchy conflicts with multicultural families in Korea, and it centers around the idea of Chin-chin. The idea of Chin-chin is an ideological basis which underlies Korean family system and patriarchy. This idea, which is based upon kinship, has served to maintain and reproduce patriarchal elements in Korean society. So, the idea of Chin-chin has a negative meaning in the sense that it produces a dichotomic model of exclusion/separation and assimilation. However, this paper attempts to find a positive meaning from the idea of Chin-chin focusing on its paradoxical implication. In other words, there is a possibility that the idea of Chin-chin moves in harmony with multicultural and global perspectives of family. The implication of Chin-chin that closer friends or people deserve better treatment may be used to integrate immigrant women into Korean society.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