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후보

        생태적 재생산이론의 전망과 과제

        권정임(Jeong-Im Kwon) 경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마르크스주의 연구) 2009 마르크스주의 연구 Vol.6 No.1

        이 글은 전체 사회의 생태적 재생산시스템에 대한 이론, 곧 생태적 재생산이론의 창출을 위한 일종의 예비 작업으로, 마르크스의 정치경제학 비판 관련 저작들에서 제시되는 사회주의 기획이 함축하는 생태적 단서들을 그 철학적ㆍ이론적 기초와 연계하여 비판적으로 고찰함으로써, 생태적 재생산이론의 창출을 위한 전망과 과제를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무엇보다 마르크스의 정치경제학 연구가 전제하는 철학적 기초 및 연구 프로그램을 재구성한다. 이를 통해 그의 정치경제학 연구가, 인류의 재생산 문제를 전체 자연과의 복잡한 연관 아래 제기하는 ‘생태적 전망’에 입각하여 전체 사회의 재생산에 대한 연구를 기획하는 프로그램에 기초하고 있음을 보인다. 또한 이 프로그램이, 전체 사회의 재생산의 ‘질료’적인 측면에 대한 연구를 원칙적으로 포괄함도 보인다. 이어서 마르크스의 정치경제학 비판 저작들이 제시하는 사회주의 기획을, ‘생태적’ 관점에서 비판적으로 재구성한다. 무엇보다 이 기획이 그의 정치경제학 연구의 프로그램에 걸맞게 전체 사회의 생태적 재생산에 대한 이론을 포괄해야 한다는 문제의식 아래, 이 기획을 구성하는 계기들을 비판적으로 고찰한다. 특히 그의 사회주의 기획에서 인류 삶의 재생산을 위해 구성되는 질료적인 측면의 합리적인 연관, 곧 ‘생태적 합리성’이 “최소한의 힘의 지출”, 곧 ‘경제적 합리성’의 상위 목적이라는 사실과 이 양 합리성 간의 근본적인 ‘비통약성’에 연계하여, 생태적 재생산을 위해서는 ‘생태적 합리성’이 무엇보다 경제활동의 조건과 제도에 통합되어야 한다는 결론을 도출한다. 이러한 논의에 기초하여, 마지막으로 생태적 재생산이론의 창출을 위한 전망과 과제를 제출한다.

      • KCI등재후보

        새로운 연구중심으로서의 모스크바 마르크스-엥겔스 연구소의 부상

        정문길(Chung moon-gil) 경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마르크스주의 연구) 2007 마르크스주의 연구 Vol.4 No.2

        1917년 10월, 사회주의혁명에 성공한 러시아는 그 다음 해에 마르크스의 탄생 100주년을 맞게 된다. 따라서 그들은 혁명의 와중에서도 이를 기념하는 전집 출판을 기획한 바 있다. 이처럼 마르크스와 엥겔스의 저작에 대한 그들의 관심은 1920년대 초에 마르크스-엥겔스 연구소를 창설하게 되는데 이는 레닌의 절대적 후원과 혁명적 열광을 통해 괄목할 성장을 이루게 된다. 그러나 이 연구소가 마르크스를 포함한 사회주의와 노동운동 연구의 세계적 중심으로 부상한 것은 리야자노프라는 걸출한 인물이 이의 성장을 내부에서 주도했기 때문이다. 이 글은 먼저 10월혁명 이전에 리야자노프가 망명지 유럽에서 마르크스-엥겔스 연구의 최고 전문가로 성장하는 과정을 살펴보고, 다음으로 그가 귀국하여 모스크바의 마르크스-엥겔스 연구소를 어떻게 세계 굴지의 연구센터로 발전시켰는가를 살펴본다. 특히 후자의 경우에는 그가 망명 때부터 열망하던 마르크스와 엥겔스의 “역사적-비판적” 전집의 출판을 위해 베를린의 독일 사민당-아키브에 보관된 마르크스와 엥겔스의 유고를 정리, 복사하는 과정을 추적함으로써 하나의 연구소가 세계적 연구센터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어떤 준비와 자세가 필요한가를 가늠해보았다. Just after the October Revolution in 1917, the Soviet Russia had to celebrate the centenary of Marx’s birthday. On this occasion Lenin ordered the publication of Collected Works of Marx and Engels in Russian. It’s one of the expressions of revolutionary fever which instigates the researches and publications on Marx, Socialism and labor movement in general. From this perspective, the Marx-Engels-Institute in Moscow which had founded in early 1920s’ enjoyed the full sponsorship from the leadership of Boshevik Party. especially from Lenin. But for its rapid development to world class research institute, it had to install a competent scholar to lead the institute from within. David B. Rjazanov was the person who could perform the job with confidence. This paper dealt with some details on Rjazanov’s scholarly development during his exile in Western Europe as a competent and serious Marxist scholar before the October Revolution. After return to Russia, he took over the Marx-Engels-Institute from the beginning. He ws active in organizing the research institute and in pursuing his ultimate goal to publish a “historic and critical” edition of Complete Works of Marx and Engels. This kind of his capacity was most vividly expressed in his utilization of the precious materials of SPD-Archiv which comprised the literary legacy of Marx and Engels.

      • KCI등재후보

        사회적 합의기구와 노동조합운동

        김영수(Kim young-su) 경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마르크스주의 연구) 2008 마르크스주의 연구 Vol.5 No.1

        사회적 합의기구는 역사적으로 자본축적의 위기 상황에서 정부와 자본의 요구에 의해 만들어졌다. 또한 노동조합운동도 이러한 사회적 합의기구를 이용하여 노동자들의 이해를 반영하려 했다. 남아공과 한국의 사회적 합의기구는 여러 측면에서 차이를 나타낸다. 남아공의 사회적 합의기구는 노동조합운동의 헤게모니가 보장된 상태에서 운영되지만, 한국의 사회적 합의기구는 노동조합운동의 헤게모니를 보장하지 않는다. 그래서 남아공의 노동조합운동은 사회적 합의기구와 조응관계를 유지하면서, 사회적 합의기구에서 노동자민중의 이해를 관철하기 위한 투쟁을 전개한다. 한국의 노동조합운동은 노사정위원회와 비조응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2002년 현재 민주노총은 노사정위원회에 참여하지 않고 있다. 노사정위원회가 노동자민중의 이해를 보장할 수 있는 사회적 합의체제가 아니라 노동자민중을 탄압하는 이데올로기적 국가기구이기 때문이다. 사회적 합의기구가 민주주의 이행 및 공고화의 사회 적 하부구조로 존재하기 위해서는, 노동조합운동의 헤게모니를 보장하는 상태에서 정부 자본과 비조응관계를 유지해야만 한다. Historically, the Government and Capital have made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to overcome some crisis of capital accumulation, and also the Trade Union have participated in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to get labors’ interest. There are some differences between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s in the South Africa and in South Korea. The Trade Union of the South Africa has hegemony in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while the Trade Union of the South Korea dose not have hegemony in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So the Trade Union of the South Africa, which sustains collaborative relationship with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struggling against the Government’s neo-liberalistic policy in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On the other hand, the Trade Union of the South Korea could not sustain collaborative relationship with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whose name is the Economic and Social Development Commission. In 2002, The Korean Confederation Trade Union did not participate in Economic and Social Development Commission. That's because KCTU thought that the Economic and Social Development Commission had become a ideological state apparatus representing more the interest of Government and Capital than that of labor and people. If the Government wants to make nation building for democratic consolidation of the South Korea through the Social Accord Organization, the Government must ensure trade union’s hegemony in Economic and Social Development Commission and the trade union should not sustain collaborative relationship with the Government and Capital.

      • KCI등재

        대안사회에서 실현 가능한 의사결정구조는?

        최상한(Sanghan Choi) 경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마르크스주의 연구) 2016 마르크스주의 연구 Vol.13 No.3

        21세기에 들어와 현대 자본주의는 신자유주의 세계화로 인해 모순이 심화되면서 대안사회 논쟁을 촉발시키고, 세계 각지에서 대안사회의 새싹을 목격하고 있다. 현대 자본주의에서 대안사회로의 이행이 부분으로나마 현실화되고 있는 시점에서 대안세계화운동, 리얼 유토피아, 자유로운 개인들의 연합, 참여계획경제론 등의 연구는 대안사회의 구체화를 위해 중요성을 더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연구는 대안사회에서 실현 가능한 의사결정 원리와 구조에 대해 거의 논의를 하지 않고 있는 현실이다. 대안사회가 현실화되기 위해서는 이 사회의 구성과 작동에 대한 의제설정, 의사결정, 정책집행, 정책평가 등의 의사결정 원리와 구조가 필요하다. 본 연구의 목적은 마르크스주의 전통에 따라 대안사회 이론의 유형별 정치체제와 의사결정구조를 비교분석하여 대안사회에서 실현 가능한 의사결정구조를 제시하는 데 있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비배제, 정치적 평등, 합의를 바탕으로 하는 의사결정원리와 직접민주주의에 따라 인민이 의제설정과 의사결정에 직접 참여하는 의사결정구조를 분석틀로 삼는다. 본 연구의 분석대상은 대안세계화운동, 리얼 유토피아, 자유로운 개인들의 연합, 그리고 참여계획경제론의 의사결정 원리와 구조이다.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대안사회에서 실현 가능한 의사결정구조를 제시할 것이다. Neoliberal globalization has deepened the contradictions of capitalism since the dawn of the twenty-first century. It has also provoked a debate on the merits of alternative societies and witnessed their sprouts around the world. Studies of the alternative globalization movement, real utopias, free individuals’ association, and the theory of participatory planning economics are critical for partly concretizing the transition from contemporary capitalism to an alternative society. However, these studies are silent on the principles of decision-making and its structure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is structure in the aforementioned movements and propose inclusiveness, political equality, and consensus as their decision-making principles. The results of this study could suggest a realizable decision-making structure for alternative societies.

      • KCI등재

        그람시 사상에 나타난 사회변혁과 교육의 관계

        곽태진(Taejin Kwak) 경상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마르크스주의 연구) 2017 마르크스주의 연구 Vol.14 No.3

        안토니오 그람시의 사상에서 사회변혁과 교육은 긴밀한 관계에 놓여 있다. 교육학계에서 이루어진 그람시 연구의 상당수는 이러한 사실에 주목하여 ‘교육을 통한 사회변혁’이라는 명제를 뒷받침하는 데에 그람시 사상을 원용해왔다. 그러나 ‘사회변혁 과정에서 교육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과 ‘교육을 통해서 사회변혁을 한다’는 것은 동일한 의미가 아니다. 그람시에 따르면 혁명정당이 피지배계급 대중들에게 교육을 통해 노동자계급의 헤게모니를 형성하는 것은 사회변혁을 수월하게하기 위한 문화적 조건을 만들기 위한 것이다. 한편 그가 대안적 형태의 학교로 제시한 ‘보통학교’는 사회변혁 이후 사회에서 문화적 상부구조의 변혁을 위한 ‘새로운 사회’의 대안적 학교이지, 자본주의를 사회주의로 변형시키기 위한 학교교육 구상이 아니다. 즉 혁명정당의 교육은 사회변혁의 준비를 위해 중요한 것이고, 보통학교 구상은 사회변혁 이후 사회주의의 정착과 발전을 위해 중요한 것이라 할 수 있다. 결국 그람시에게 교육은 그 자체로 사회변혁을 가져오지는 않지만 사회변혁의 준비와 이후의 발전에서 핵심적인 활동인 것이다. 그람시 사상에 나타난 사회변혁과 교육의 관계에 대한 이해는, 이러한 사실을 인정하는 데에서 출발할 필요가 있다. In the thought of Antonio Gramsci, social transformation and education have a close relationship. Many of the pedagogical studies on Gramsci have focused on this fact, using his ideas to support the thesis: ‘social transformation through education’. However, this has a different meaning from ‘education plays an important role in the social transformation process’. According to Gramsci, a revolutionary party forms the hegemony of the working class through education of the mass of the subaltern classes, creating the cultural conditions to facilitate social transformation. On the other hand, the ‘common school’ he proposed is a way to transform the cultural superstructure after social transformation, not a schooling concept for transforming capitalism into socialism. In other words, the education of the revolutionary party is important for the preparation of social transformation, and the common school is important for the development of socialism afterwards. Education itself cannot bring social transformation but is rather a key activity in its preparation and consolidation. Understanding the relationship between social transformation and education in Gramsci’s thought needs to start from acknowledging this fact.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