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영어 의사소통능력의 신장을 위한 소집단 협동학습 실험

        정승영,윤인숙 경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01 敎育理論과 實踐 Vol.11 No.2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mprove listening and speaking ability in English, and to help low-level students learn English more effectively through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in high school English classes. For that purpose, the following hypotheses were established on the basis of the effectiveness of the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Hypothesis 1 :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will have a positive effect on the students' interest in English learning and 4 skills of English. Hypothesis 2 :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 will help the students improve their listening and speaking ability in English by mutual activities. Hypothesis 3 :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will get the low-level students to learn English more effectively by the help of their fellow students. Subjects for the study were 50 students in the first grade of a high school in the Changwon city of area of Kyoungsangnamdo. The treatment group was made up of 50 students, and the normal group was made up of 48 students. The two groups were considered as equal groups in three achievement tests and the questionnaire about their interest in English. For about 9 months, the treatment group has been assigned to the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while the normal group has been assigned to the teacher directed whole-class learning. The effects of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were examined in three areas : interest in English, listening and speaking ability, and the number of low-level students in achievement tests. Questionnaires about their interest in English were asked twice, before and after the experiment. Listening and speaking ability tests were given 3 times for each. General achievement tests were given 4 times to find out the low-level students^1). The results above indicated the cooperative learning in small groups turned out to be effective in improving the students' communicative ability and decreasing the number of low-level students. Therefore, it seems to be a very helpful teaching method worth applying in high school English classes. In conclusion, for beginners to improve their communicative ability, they should have enough opportunities to speak in class. And their teacher should not be the center of the class. I hope that further research will be systematically conducted in this area, and applied in high school English classes. It is also expected that this study can be helpful for the new curriculum starting from 2.002.

      • 주요국의 가업상속세제의 내용과 시사점

        정승영 한국경제연구원 2013 KERI Brief Vol.13 No.2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정부는 140대 국정과제(2013.5.28.)를 통해 성장사다리를 마련하는 수단 중 하나로 가업상속세제를 제시한 바 있다. 이는 기업이 경영 노하우와 보유 기술 등을 계승하여 지속적으로 발전시키면서 경제 발전을 이끌고, 고용창출로 사회에 기여하는 역할을 한다는 점을 강조한 것이며, 이러한 역할을 사회적으로 지원해주기 위해서는 가업상속세제가 필요하다는 시각에 터잡은 것이다. 이에 따라 본 보고서에서는 우리나라와 주요국의 가업상속세제 내용을 검토해보고, 우리나라 가업상속세제의 바람직한 개선방향에 대해 제시해보았다. 가업상속세제가 적용되는 기업 규모 측면에서 살펴보면, 미국의 사례, 영국 및 독일 모두 가업상속 대상이 되는 기업 규모를 제한해두고 있지 않지만, 우리나라와 일본의 경우에는 중소기업 또는 일부 중견기업으로 한정해두고 있다. 또한 상속인 및 피상속인 요건을 살펴보면 우리나라와 일본의 경우에는 대표이사로서 상속인이 재직하여야 한다는 제약이 있지만, 미국의 사례, 영국, 독일에서는 가업의 승계와 유지에 초점을 두고 있을 뿐이다. 상속재산공제 한도 측면에서 살펴볼 때에도 미국의 사례와 우리나라만이 공제한도를 두고 있을 뿐, 다른 나라들은 그러한 내용을 반영해두지 않고 있다. 마지막으로 사후관리 요건 측면에서도 우리나라와 일본만이 고용노동자의 수를 기준으로 하여 가업상속세제를 엄격하게 적용하고 있을 뿐, 검토 대상이었던 다른 나라들에서는 이와 같은 내용들을 고려하지 않고 있다. 우리나라의 가업상속세제가 지나치게 경직되고 엄격하다는 문제점을 감안하여 검토 대상국인 독일의 가업상속세제와 같이 그 내용을 개편하여야 할 필요성이 있다. 독일의 경우에는 가업상속세제의 근본적인 역할과 기능에 초점을 두고 기업 규모 및 상속공제한도에도 상한을 두지 않되, 사후관리 요건에서 고용요건을 규정해둠으로써 가업상속세제의 사회적 가치를 확보하고자 하고 있다. 따라서 우리 역시 가업상속세제의 주요 기능이 온전히 발휘될 수 있도록 독일과 유사하게 기업 규모에 따른 차별을 없애고, 적격 가업상속에 따른 상속세를 전액 공제해주는 등 실효적인 내용으로 가업상속세제를 개편할 필요성이 있다.

      • 영어 주요 법조동사의 의미적 용법 고찰

        정승영 경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02 敎育理論과 實踐 Vol.12 No.2

        Modal auxiliaries in English have the following characteristics : ⅰ) They can take on the negative form, ⅱ) The word order can be reversed in interrogative sentence, ⅲ) They can take on positive emphasis in meaning in case they receive nuclear stress, ⅳ) They can take place of the previous verb phrase. Auxiliaries are classified into several categories such as central modals, marginal modals, modal idiom, semi-auxiliaries, catenatives, etc. Central(core) modals have two main types of uses. One of them is epistemic use and the other is nonepistemic one. The epistemic use is speaker-oriented in that it represents the speaker's assessment on the probablity of the propositional content. Most of core modal auxiliaries do have these two uses.

      • ‘유모(乳母)’가 아니라‘쓸모’가 필요한 시기

        정승영 한국경제연구원 2013 KERI 칼럼 Vol.2013 No.1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관광(MICE)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 도입을 위한 산업 규제 완화 방안

        정승영 한국경제연구원 2015 KERI Brief Vol.15 No.5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제7차 투자활성화 대책 중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신규 복합리조트 도입 방안이 제시되고 있다. 이에 본 보고서에서는 MICE 산업에 초점을 둔 복합리조트 도입과 투자 유치 등을 전략적으로 유형화된 접근이 필요하다는 점을 설명하였다. 특히 우리나라 관광산업에서 외래 관광객의 관광 및 소비패턴은 대도시 내에서 이루어지는 패턴이 많다는 점, 국제회의(Meeting), 산업전시회 (Convention), 보상관광(Incentive Tour) 등이 대도시 권역에서 이루어지는 점 등을 고려할 때, 전략적으로 대도시 내 비즈니스형 복합리조트와 위락형 복합리조트로 분리하여 접근하여야 할 필요성을 제시하였다. 우리나라에서 벤치마킹 대상으로 삼을 수 있는 싱가포르의 경우에도 두 가지 유형으로 나누어 접근해 성공한 바 있으며, 경쟁국이라 할 수 있는 일본의 경우에도 이와 같은 접근 방식을 고려하고 있다. 한편, 본 보고서에서는 대도시내 비즈니스형 복합리조트 도입 및 투자 유치를 하기 위해서는 법제도적으로 오픈 카지노 정책의 완화가 필요하는 점을 설명하였다. 다만, 이와 관련하여 국내 도박 유병률과 지역갈등 요소 등을 고려할 때, 신중한 접근이 요청되지만, 투자 인센티브의 제도적인 접근방안 측면에서는 고려할 요소임을 설명하였다. 기타 제도적인 개선 요소로서는 관광진흥법상의 복합리조트 유형에 관한 체계적인 접근을 위한 개선과 세제상의 중복과세 문제등을 정리할 필요성에 대해서 제시하였다.

      • SCOPUSSCIEKCI등재

        GradeⅠ요추부 척추 전방 전위증의 치료 : 감압성 후궁절제술과 고정기구 삽입술의 비교

        정승영,김국기,임영진,김태성,임언,이봉암,Chung, Seung Young,Kim, Gook Ki,Lim, Young Jin,Kim, Tae Sung,Leem, Won,Rhee, Bong Arm 대한신경외과학회 2001 Journal of Korean neurosurgical society Vol.30 No.2

        Objective : Controversy exists which surgical treatment better in lumbar grade I spondylolisthesis, decompressive laminectomy with or without lumbar instrumentation. Methods : Out of Sixty-four patients with lumbar spondylolisthesis underwent surgery, 18 patients operated with decompressive laminectomy alone and 44 patients with decompession and lumbar instrument, during recent 5-years between January, 1994 and December, 1998. The author studied a long term follow-up in the above two groups to analyzing the overall clinical outcomes in each group and to determining the incidence of pos-toperative radiologic instability. Results : 1) Overall postoperative symptoms improvement were not so different in both groups. 2) Postoperative progressive subluxation is more common after decompressive laminectomy without instrumentation than with instrumentation group. 3) Overall clinical outcomes were slightly better in decompressive laminectomy without instrumentation than with instrumentation group but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4) Postoperative radiologic changes did not seem to influence the patient-reported clinical outcomes. 5) Postoperative complications is more common in decompressive laminectomy with instrumentation group than without instrumentation group. Conclusion : In the surgical management of grade I spondylolisthesis, the efficiency and superiority of surgical treatments requires the cost effectiveness and risk/benefit analysis of decompressive laminectomy with or without instrumentation. Therefore, Further detailed studies of long term follow up in a large number of patients in each group are needed for choice of best treatment.

      • 조세피난처와 페이퍼컴퍼니 문제,‘비난’만이 해결책이 아니야

        정승영 한국경제연구원 2013 KERI 칼럼 Vol.2013 No.7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특수관계인 관련 주요 법령의 문제점과 개선방안

        정승영 한국경제연구원 2015 KERI Brief Vol.15 No.1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현재 여러 법령들에서 규정하고 있는 특수관계인의 범위는 공통적인 부분은 ‘6촌 이내의 혈족과 4촌 이내의 인척’으로 구성되는 친족들이다. 이는 민법상의 친족 개념과 범주에서 출발하여 1970~1980년대에 정해진 범주의 틀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이다. 하지만 급속도로 산업화・도시화・정보화 사회로 우리 사회가 진전되면서 1인 가구 비율이 늘어나고 있고, 핵가족 중심의 사회로 변모한 상황이지만, 제도 내에서는 여전히 이러한 점을 감안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또한 민법에서는 시대상의 변화를 반영하여 2005년 호주제 폐지 이후, 대체되는 내용으로 가족 개념과 그에 관한 범주를 설정하는 민법 제779조를 도입하였다는 점도 고려할 대상이다. 한편, 본 보고서에서는 가족 또는 친족과 관련된 내용은 사회문화적인 측면이 강하지만, 세계적인 추세가 사회적으로 친족의 영향력이 줄어들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는 점은 공통적이기 때문에 주요 국가 제도에서의 특수관계인의 범주를 살펴보았다. 미국의 모범회사법에는 대체적으로 우리나라로 볼, 3촌 이내의 혈족과 인척 내에서 특수관계인의 범주를 설정하고 있었으며, 영국의 회사법에서는 우리나라의 가족 개념과 거의 동일한 수준에서 특수관계인의 범주를 설정하고 있었다. 중국의 상하이 거래소 상장규칙에서도 우리나라 민법상의 가족의 범주에서 약간 더 확장된 내용으로 규정되어 있는 형편이다. 다만, 일본의 경우에는 민법상의 친족 범주(6촌 이내 혈족과 3촌 이내 인척)를 활용하고 있었으나, 경우에 따라서는 그 범주를 상당부분 좁혀놓은 사례(금융상품거래법)도 있었다. 현재 전경련・R&R(2010), 전은진・강동우(2012) 연구에서 나타나는 바와 같이 사회에서 인식하는 바는 4촌이내의 친족들을 밀접한 혈연관계의 범주로 생각하는 상황이다. 이는 현재 규정하고 있는 ‘6촌 이내의 혈족과 4촌 이내의 인척’의 기본적인 틀이 현실과의 괴리가 크다는 문제점을 나타내는 것이므로, 우리나라는 물론 글로벌 사회의 추세와 문화의 공통적인 특징들을 감안하여 현재 각 개별 법령에 나타나고 있는 특수관계인의 범위에 관한 규정의 내용을 일관되게 4촌이내의 친족 수준으로 축소하여 규정하는 것이 필요한 시점이다.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