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학위유형
        • 수여기관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지도교수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아동의 공적신앙을 지향하는 교회학교 섬김교육 : 누리 섬김 모델

        김초희 장로회신학대학교 대학원 2010 국내석사

        RANK : 247807

        포스터 모더니즘, 세계화, 다원화 시대로 대변되는 오늘날, 더 이상 한국교회가 개인주의적 신앙, 개교회 주의, 신앙과 삶의 분리를 추구하는 제자훈련 등으로 양육으로 사사화 되어가는 신앙에 머무는 것이 아니라, 사적신앙과 더불어 공적신앙을 함께 추구해 나가는데 새로운 가치와 힘을 부여할 수 있는 공교회의 교회학교 교육이 되어야 함을 요청받고 있다. 그러므로 공적신앙을 지향하는 교회학교 섬김교육은 개인을 넘어서서 사회, 세계를 향한 공적신앙을 위해 먼저 오늘날 기독교 교육이 직면한 다양한 문제들을 통해 섬김교육의 필요성을 살펴보았다. 섬김교육은 단순히 섬김 활동을 행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자녀로서의 제자직의 정체성과 더불어 하나님의 나라의 시민으로서의 시민직을 수행하기 위해서 기본적 가치와 비전을 공유하고 섬김의 디아코니아 정신을 통해 하나님의 프락시스를 지향하는 것이다. 따라서 섬김교육을 통해 아동기 어린이들은 하나님의 프락시스에 입각한 프락시스의 인식론과 신앙의 정체성과 세계와의 관계, 긍휼과 연대성을 배우고,일상의 삶 속에서 하나님의 프락시를 경험하고 가정, 교회, 학교, 사회, 세계가 함께 만들어가는 전 지구적 활동을 구상할 수 있다. 공적신앙을 지향하는 아동기 어린이들은 교사와 부모와 함께 강의, 이야기, 질문, 창조적 경험을 통한 교육, 가치명료화 교육, 공적 주제 교육, 섬김 이야기 시뮬레이션, 다중지능 섬김 활동, 인터넷 등 다양한 활동으로 공적신앙과 섬김에 대한 이해와 성서적 섬김을 익히게 되고, 예수 그리스도의 섬김의 정신에 입각하여 하나님 나라의 제자로서, 시민으로서의 양육되어질 것을 추구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누리 섬김 모델에서는 공적신앙 형성을 위한 섬김교육이 어떻게 이루어질 수 있는지 교육적 구상을 해 보았다.

      • 신앙성숙도와 상담가 자질 및 상담전문성과의 관계 연구

        이용우 고려대학교 교육대학원 2013 국내석사

        RANK : 247807

        본 연구 제목은 신앙성숙도와 상담가 자질 및 상담전문성의 관계 연구이다. 논문 주제는 신앙성숙도가 상담가 자질과 상담전문성과 관계가 있으며, 서로 영향을 미칠 것을 전제로 기술 하였다. 본 연구 문제의 가설은 신앙성숙도가 높을수록 상담가적 자질과 상담전문성이 높을까? 상담가적 자질이 높을수록 상담전문성이 높을까? 신앙성숙도가 상담가적 자질과 상담전문성에 영향을 미치는가? 상담가적 자질이 상담전문성에 영향을 미치는가? 상담전문성에 신앙성숙도와 상담가적 자질 중 어느 것이 더 큰 영향을 미치는가? 였다. 본 연구는 신앙성숙도와 상담가적 자질과 전문성에 중점을 두고 시작하였다. 설문 대상은 서울 소재 S교회 성도 628명과 경기도 소재 H 대학교 신학과 학생 80여명이 설문에 참여하였고, 총 708명(남자 219명, 여자489명)이 설문에 응답하였다. 비록, 연구자가 대상을 교인들을 대상으로 설정 하였으나, 일반적으로 다른 신앙을 가진 종교인이라 할 찌라도, 신앙이 일반인 보다 더 깊어지면, 상담가적 자질이 있을 것이라는 것이며, 또한, 상담가적 자질을 가진 사람들이 상담 전문가가 될 확률도 높을 것이라는 확신 하에 이 논문을 시작하게 되었다. 본 연구에서 사용된 신앙성숙도 측정 도구는 Basset(1981)와 그의 동료들이 개발한 기독성도의 신앙심 척도(The shepherd scale)의 번안 수정판들로서, 신앙성숙도를 측정하는 데 주로 사용되는 척도를 사용하였다. 상담가 자질 평가에서 사용한 도구는 Jalandoni(1974)가 사용한 Personality Rating Scale을 번안하여 사용하였다. 본 연구에서 수집된 자료를 통계적으로 분석하기 위하여 SPSS 18K를 사용하였다. 빈도분석을 실시하여 각 변인에 대한 신뢰도 분석을 하였고, 각 변수 간의 상관관계를 통해 신앙성숙도와 상담가적 자질, 상담 전문성의 관계를 알아보았다. 신앙성숙도가 상담가로서의 자질과 전문성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하여, 단순회귀 분석과 중다회귀 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 신앙의 성숙도가 상담가적 자질과 전문성에 연관이 있을 뿐 아니라, 영향을 미치며, 서로 정적 상관이 있음이 입증 되었다.

      • 한국인의 전통적 종교심성과 그리스도교 영성 토착화 연구 : 민간신앙을 중심으로

        강석진 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대학원 1998 국내석사

        RANK : 247807

        Although I grew up in a faithful catholic family, I have also lived in an atmosphere of folk religion. My family and relatives, who had the catholic faith, either attended several rituals of the folk religion in the village, or lived under its influence. When I nowadays reflect on the rituals of the folk religion I had attended as a child, they seemed so much full of life, and they seemed to radiate an aesthetics of moderation in the middle of immoderation. And I realize that through the rituals the people could through the rituals check each other's beings. When the rituals took place, all the people in the town attended in their preparation in a natural manner, helping out their neighbours and through the plays and entertainments experiencing ecstacies from their normal everyday life. In this way they seemed to realize the ontological meaning of 'being together' and find a way of relation between each others. Especially on the matter of 'death' they gave the feeling of seeing a play that is mingled up with sorrow and tears, merriment and festivals.However, as the modem society is getting developed and the world is getting informed, civilized, and city-populated, the conscience about 'ours' is getting weaker. And the traditional manner is getting less complicated, and everything is becoming anonymous and selfish. The pulse of the tradition is weak indeed, nobody knows when it will die. Thus our particular religious faith is getting weaker and weaker, diluted by the high wave of the western culture. The christians are no exception in it that they regarded our culture and traditions as superstitions and agreed on the extinction of the folk religion. In this way they seem to fade away, but in other ways they remain in our conscience.Now that we are ahead of the jubilee of the 21st century, it is time that we start to understand the religious faith and purify the negative, superstitious elements and to meet the positive elements in order to accommodate the folk religion with the christian spirituality. This kind of work is a chance to make the weak spirituality of korean christians lively again. If the korean church develops a spirituality, fit for the korean religious mind, with an understanding about our traditional culture, then the church is accomplishing the mission that the christianity has in the modern korean society.When the effort of inculturation of the korean church takes place in this way, it will contribute a lot to the right humanization and inculturation, the conversation between religions and the understanding about the other religions. This is the way to practice the proclamation of the Good News by Christ.In this prospect this entity tried to study existing works on the korean religious mind for the inculturation of the christian spirituality.2. This entity is constituted in four chapters. Chapter 1 handles about the understanding of the folk religion in the order of the village community faith, shamanic faith, ancestor faith, and other folk faith. And then it investigated exiting studies on the particularities of the folk faith, the relation with foreign religions introduced in Korea, and folk religion itself. Here I mentioned the necessity of purifying the negative elements of the folk religion according to the modern time, and that the process of understanding the positive elements rightly, would be a good moment to meet with the christian spirituality.Especially finding out the positive side of the folk faith, I could find out that most of the existing investigations on the religious mind were about the religious mind of the established religions, and that the valuations on the folk faith are mostly unjustly low and distorted. And the catholic church in Korea, concentrating herself only on the outward growth in the 80th, was not very much concerned for studying the religious mind and the incultured spirituality. This tells one that there had been almost no study on the folk faith until then. Only discussions about the inculturation brought concrete concerns for the investigations on the folk faith. Hence I think the possibility of the grafting the christian spirituality on the folk faith that represents the religious mind of our folk.In chapter 2 discussed the religious mind shown in the folk faith. It particularly concentrated itself on the 'hanpuli' that represents the shamanic faith, 'the harmony and the union of the family' that represents the ancestral faith, and 'the intimate relationship and the union of the community' that represents the village community faith. Here one has to note that as these religious minds that represent each folk faith are also related to other folk faiths, they are not limited to themselves only. And about the understanding of the deity, I tried to present it divided in three understandings: God as the object of everyday experience, God as personal object, God as the absolute object. In this way I could understand how lively the godly experiences are in the folk faith and the heart of the people. And however they are named, I could confirm myself that they are similar to the breathes of our ancestors, which led to the conviction that the godly experiences of the folk faith are the pure-hearted experiences of our ancestors.Chapter 3 I mentioned the necessity of incultured spirituality, based on the teachings of the church on the folk faith and the position of the korean church. Hence the canons, the document of the Councils, and other teachings of the church listed on the list of the C.B.C.K. were of course investigated. And mentioning the 'incultural' efforts of the korean church, I claimed for the necessity of the inculturation of the spirituality. However, because the efforts of the inculturation in korean church is still limited to some scholars, normal christians are not yet aware of it. And because the leaders of the korean church do not yet show clear positions on the religious mind of the folk faith and the incultured spirituality, one can say that the effort on the inculturation in Korea is still on the stage of preparation. Continualy analysed the many problems in the korean church, and presented the establishment of the incultured spirituality as a solution to these problems. All this is possible when we develop a model of spirituality that fits the koreans, based on the 'Holy Bible' and the 'Holy Traditions', participating in the mystery of the Trinity. In this way the korean christians will be able to meet God who has the korean heart, that will lead them to love God as Koreans with korean heart.In this process I tried to judge the danger of the wrong mix up that the meeting and the acceptance might end to, and stated my position to the mixing up. Here I also mentioned that the valuations on the mixing up are very different, depending on the observer. However, watching out for the negative side of the mixing up, that tends to pursuit unity sacrificing even the truth, it found out that the real danger of mixing up comes not from itself, but from too much precautions. Such phenomenons in the history of the mission mostly resulted from wrong understanding about the 'Sitz im Leben'. Thus this entity did not want to talk about mixing up for the sake of mixing up, but to present the problem of heart, the problem of emotion, the problem of mind, that will constitute the inculturation of the christian spirituality, in the dimension of meeting and acceptance. And I must stress myself that wrong mixing up must be rejected.If meeting and acceptance of religious mind and spirituality that is not diluted by the mixing up will be possible, it will present a spiritual direction to overcome the difficulties Korea faces nowadays.Chapter 4, which is the core of our entity, presented the ground for the healthy meeting between the folk faith and the christian spirituality, trying to present the possibilities of the meeting between the two in seven ways. For this effort the right dogmas for the 'meeting for each other's understanding' and 'dialogue', and the 'intermission', that are necessary for the grafting of the christian spirituality on the folk faith, were mentioned. After that as concrete method of 'meeting' and 'acceptance' the possibility of union with the christian spirituality was presented as 'spirituality of emotion' 'spirituality that revive the life' 'spirituality for harmony' 'spirituality for the poor and the pain' 'spirituality that pursuits unity' 'spirituality of delight and liberation' 'spirituality for the realization of the equal society'. If such a grafting can be realized in normal life, then the christian believers will be able to live a spirituality that fits the mind of the koreans, and godly experiences that never end will be possible.3. To sum up, this entity tried to investigate the possibility of grafting the christian spirituality on the folk faith that form the religious mind of the Koreans. During this investigation I could feel that it is very significant for the jubilee of the 21th century that the folk faith meets with the christian spirituality.I think, if we pursuit to make the christian faith alive on the ground of the religious mind of our folk, the experience of God that suits the korean mind is possible.Once again, finishing my abstract of my entity, I want to stress the fact that the christian spirituality must be tolerant enough to have positive dialogues with other religions in order to inculturate itself in the korean church. Thus christians who regarded the folk faith should be able to see the cultural, folk and religious dimensions rightly, and realize how important it is to develop our people's own spiritual particulars. And when the negative sides of the folk faith are purified through the christian spirituality, the direction of the spiritual inculturation will be led to the spiritual dimension, and the folk faith will be able to practice the right role as a religion.

      • 신앙공동체 이론을 중심으로 한 기독교교육의 성례 연구

        이윤석 연세대학교 대학원 2003 국내석사

        RANK : 247807

        이 연구는 기독교교육학 분야의 교육이론인 신앙공동체 교육이론을 기반으로 기독교교육적 차원에서 기독교 신앙공동체의 전통이요, 유산인 성례에 대하여 고찰한 연구로서 기독교 신앙공동체의 정체성과 자기 인식을 곤고히 하고, 신앙공동체를 둘러싼 도전적인 상황을 극복하는데 대한 대안으로서의 성례를 통한 기독교교육을 제시하고자 하였다.이를 위하여 본 논문의 이론적 근거의 신앙공동체 교육이론의 전반에 대하여 학문적으로 개괄하였고, 이와 함께 신앙공동체의 성서적 근거 역시 살펴보았다. 또한 기독교 신앙공동체의 역사적 전통인 성례에 대해 고찰하면서 이를 근거로 성례를 통한 기독교교육을 제안할 수 있는 가능성의 여지를 제시하였으며, 신앙공동체 교육이론을 근거로 한 기독교교육적 성례 교육을 제안하기 위하여 사회화-문화화 교육모형에 대하여 연구하였다. 본 논문을 통하여 제시된 성례를 통한 교육 내용들은 신앙공동체를 위하여 시행될 수 있는 기독교교육적 차원의 교육내용으로서 기독교 신앙공동체의 역사와 전통에 근거한 것이다.본 고는 신앙공동체의 교육을 위한 의례와 예전의 유용을 중요하게 보고, 이를 통하여 신앙공동체와 그 구성원들이 의미 있는 기독교교육적 경험을 하게 되며, 이러한 교육적 경험이 오늘날의 신앙공동체가 기독교 신앙공동체로서의 정체성을 인식하게 하는데 효과적이며 신앙공동체를 보다 견실하고 활력 있게 할 것으로 본다.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study a sacrament in christian community on christian education. The sacrament is based on tradition of historical christian community. It need to reflect for way of christian education in today: christian faith community is confused by Individualism, television & Culture, transforming to Information Society, cultural pluralism. Before presenting sacraments to using on christian field in today, this study reviewed backgrounds of origin of christian faith community in bible and foundation of sacrament in church history: the early church, the middle church, the reformation church, the modern church, and new understanding of sacrament on these days. This study is consisted of five chapters and outline of each chapter is listed as below. In chapter one, problem and question of the research and the purpose & aim were stated.In chapter two, the study researches to faith community as nation of God, body of Christ in bible and also research to faith community as christian education theory. after this present to faith community for shaping organic relationship, transmitting to faith, sharing to ritual.In chapter three, the study researches about the definition and meaning of sacrament and reviewed on foundation of sacrament and also researches the conception and elements of liturgy.In chapter four, the study represents the concept of christian education on sacrament, Socialization-Enculturation Model. This model indicates (1) Sacrament for communicating and sharing of symbol. (2) Sacrament for socialization of faith community members. (3) Sacrament for caring Rites of Passage of faith community members.In same chapter, the study indicates usable model of sacraments on faith community member's situation and passage of life: conformation(for youth, young adult, middle age), Sacrament of Vocation, The Sacrament of Confession, Sacrament of Healing and Sacrament of Footwashing.In chapter five, the study abstract of the main idea and text. In conclusion, the study attempts to prove that the church as christian community in Korea has to prepare more effective and traditional education for its congregation by sacrament. The sacrament is important and significant fortune, and it still effective and systematic way of christian education in christian faith community.

      • 신앙 발달 이론에 기초한 주일학교 청소년 교육 연구 : James W. Fowler를 중심으로

        김은천 總神大學校 大學院 2004 국내석사

        RANK : 247807

        본 연구는 교회의 교육이 각 사람의 신앙을 자라게 하는 것에 있다는 전제 아래 청소년들의 전인적인 신앙 성장을 돕기 위해 교회내의 청소년 주일학교에서 할 수 있는 신앙 교육의 방법을 제시하는데 목적이 있다. 특히 청소년들의 신앙 성장을 돕기 위한 실제적인 교육의 방법을 제임스 파울러(James W. Fowler)를 중심한 신앙발달이론에 근거하여 성찰하고자 한다.연구 방법으로는 문헌 연구를 통해 신앙발달이론에서 말하는 청소년기의 신앙의 형태와 특징 그리고 신앙의 발달 과업이 무엇인지를 밝히고, 교회내의 청소년 주일학교에서 활용 가능한 전인적인 신앙 성장 프로그램의 실제를 구체적으로 제시하고자 한다. Ⅱ장에서는 본 연구의 이론적인 배경으로 파울러의 신앙발달이론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살펴보았다. 특히 파울러가 말하는 신앙의 개념과 신앙의 발달 단계에 대해서 정리하고, 개혁신학적인 측면에서 파울러의 이론의 한계와 공헌을 평가하였다. Ⅲ장에서는 신앙발달이론에 기초하여 주일학교 청소년 교육의 방향을 정리하였다. 여기에서는 파울러와 존 웨스터호프 3세(John Westerhoff Ⅲ)가 말하는 청소년기의 신앙에 대해서 고찰하여, 전인적인 신앙 성장을 위한 주일학교 청소년 교육의 방향을 설정하였다. 첫째, 신앙 공동체의 정체성 확립해야 한다.둘째, 참여의 기회 제공해야 한다.셋째, 청소년 신앙 상담 적극 활용해야 한다.넷째, 종교적인 감성 활동을 장려해야 한다.Ⅳ장에서는 Ⅲ장에서 제시한 4가지 교육의 방향을 토대로 청소년들의 신앙 성장을 위해 교회 내의 주일학교에서 할 수 있는 교육의 실제를 방법론적인 측면에서 예배와 성경공부와 활동 프로그램으로 나누어 정리하였다. Ⅴ장에서는 결론으로 본 연구의 전체적인 요약과 신앙 성장을 위한 주일학교 교육에 대해 몇 가지 제언을 하였다. 첫째, 주일학교 교육의 목표와 방법은 각 사람의 신앙 성장에 중점을 두어 설정해야 한다. 둘째, 주일학교 교육은 지식 전달 위주의 교육에서 탈피하여 전인적인 신앙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도와야 한다. 셋째, 교회 내의 각 주일학교 간에 상호 연계하여 신앙의 단계에 따른 일관성 있는 교육 과정을 통해 신앙이 성장하도록 도와야 한다. 넷째, 주일학교가 신앙 성장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연구 할 수 있도록 교회는 계속적인 지원을 해야 한다.

      • 신앙 공동체 이론을 통해서 본 농촌교회 노인교육의 방안

        김상중 全州大學校 宣敎神學大學院 2003 국내석사

        RANK : 247807

        본 논문은 이상에서 살펴 본 바와 같이 '노인은 더 이상 배우지 않아도 된다.'는 사회적 통념으로 인해 노인문제가 사회문제로 대두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교회에서조차 노인을 교육의 대상에서 제외시켜 왔음을 보았다. 이로 인하여 본 논문에서는 교회의 신앙공동체를 통하여 노인교육을 보다 적극적이고 체계 있는 이론을 정립하는 것에서부터 시작하였다.이제 한국 교회에서도 노년층의 비중은 점점 높아만 가고 있다. 그동안의 한국교회는 성장하는 교회였다. 그러나 이제는 성숙한 교회로, 사명을 감당하는 교회로 거듭나야 하는 시점에 서있다. 한국 교회가 해결해야 할 문제 그 가운데 바로 교회의 노인들을 위한 교육의 문제이다.특히, 농촌교회의 노인교육은 더욱 심각한 실태에 있다.지금까지 노인은 교회의 교육에서 소외되어 있었다. 교회라는 공동체에 있어서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그들을 그대로 방치해 둘 수 는 없는 것이다. 이제는 노인교육에 시선을 돌려 변화하는 사회 속에서 남은 여생을 의미 있게 살아갈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우선 교회는 효과적인 노인교육을 위해서 노인을 바르게 이해해야 한다. 과거에 노인들은 교육적인 면에서 부정적인 존재들로 인식되어져 왔다. 그러나 하나님의 교역의 대상과 신앙 공동체의 중요한 일원으로서 노인을 이해할 때, 그리고 성서를 통하여 볼 때, 하나님과 함께 하는 노년의 삶은 매우 값진 것이며, 그리고 이들을 위한 교육적인 시도는 개인적인 차원에서뿐만 아니라, 공동체 전체를 위해서도 매우 값진 것임을 알게 되었다.위의 사실에 기초하여 노인들이 직면하고 있는 여러 가지 문제점들을 교회의 신앙공동체 교육을 통하여 해결할 수 있다고 본다.

      • 신앙교육을 위한 크리스쳔 캠프의 의의와 구성에 관한 연구

        류은실 고신대학교 대학원 2009 국내석사

        RANK : 247807

        최근 들어 학교 교육에 체험 교육이 도입되어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노는 토요일을 활용한 과외의 수업과 다양한 체험 활동은 학습자들로 하여금 새로운 교육경험을 제공한다. 이에 발맞추어 대부분의 교회에서도 노는 토요일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전도 프로그램으로 진행 중에 있다. 학생들에게 체험이라는 것은 실제적인 배움이 된다. 수업시간에 선생님의 말씀과 책을 통해 보았던 것들을 자기의 눈으로 직접 보고 만져보면서 실제적인 배움을 경험하게 된다. 백문불여일견(百聞不如一見)이라는 말이 있다. 그 뜻은 “백번 듣는 것이 한 번 보는 것만 못하다”이다. 백번을 듣는 것보다 한번 직접 보는 것이 더욱 유익하다는 뜻이다. 하나님을 향한 우리의 신앙도 백번을 들어서 지식으로 알고만 있는 것 보다 삶의 실천으로 표현되어지는 것이 정말 살아 있는 신앙일 것이다. 말씀과 삶의 이분화 현상을 겪고 있는 지금 이 시점에서 기독교 교육은 실천적인 신앙교육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다양한 연구가 이루어져야 할 때라 사려된다. 본 논문에서 연구자는 실천적 신앙 교육의 현장으로써의 크리스쳔 캠프를 연구하였다.본 논문의 본론인 제Ⅱ장에서는 개혁주의 입장에서 하나님과 인간, 세상과의 관계 안에서 인간의 위치를 살펴보고 파울러의 신앙발달이론을 통해 인간의 신앙은 삶의 모든 부분에서 전 생애를 통해 발달되어야 하는 것임을 살펴보았다. 우리 인간은 하나님, 동료 인간, 세상 이러한 세 관계성 안에서 삶 전체를 이루어가게 된다. 그리고 인간의 하나님을 향한 신앙은 삶 전체의 전인적인 참여를 통해 표현되어지며 성장한다. 그리스도인의 신앙은 이러한 세 관계 안에서 형성되며 일시적인 어느 한 단계에서 성장하고 멈추는 것이 아니라 삶의 전 생애를 통해 유기적으로 성장되어간다. 그래서 교회에서는 어려서부터 신앙을 교육 하고 있다. 그러나 성경공부와 설교를 중심으로 이루어져왔던 신앙교육은 삶과의 이분화 현상의 문제에 부딪히게 되었다. 주입식과 강의식으로 전달되었던 신앙과 가르침은 학습자들에게 삶과 동떨어진 머릿속의 지식 즉 성경의 한 이야기로 남게 되는 상황이 되어버린 것이다. 그 결과 배운 말씀과 실제적인 삶이 분리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이것이 현재 한국교회의 신앙교육의 중요한 문제 중 하나라 판단된다.앞서 논의 하였듯이 신앙은 삶으로 실천되어져야한다. 그리고 생활 속에서 실천되어져야 할 신앙은 실제적인 생활훈련을 필요로 한다. 즉 실제적 경험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죽은 신앙의 믿음이 아니라 살아있는 실천적인 신앙인이 되게 하기 위해서이다. 말씀(믿음)이 삶과 일치되어 행함이 있을 때 살아있는 그리스도인이라 할 수 있다. 오래전부터 있어왔던 삶과 말씀의 이분화 현상은 기독교 교육에 있어서 오랜 과제이며 기독교 교육의 해결과제이기도 하다. 우리의 믿음의 조상이라 할 수 있는 아브라함부터 성경에 나타나있는 위대한 믿음의 인물들조차도 하나님의 말씀에 불순종하는 삶과 말씀의 이분화 현상은 늘 있었던 사실이기 때문이다.이러한 문제 즉 말씀과 삶의 이분화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선 실제적인 신앙의 모델이 필요하며 학습자들로 하여금 믿음을 표현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하는 교육의 현장이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제Ⅲ장에서는 크리스쳔 캠프에 대해 살펴보았다. 현재 주일 교회학교에서 실천적인 신앙 교육이 집중적으로 이루어지기에는 시간의 부족과 전문인들의 부족함 등의 한계가 있다. 그래서 각 교회에서는 집중적인 신앙교육을 위해 여름 혹은 겨울에 이미 캠프를 실행하고 있다. 그러나 캠프를 하나의 특별한 프로그램으로 이해하며, 그리스도인들의 가정과 교회의 신앙과는 별개의 활동이라고 잘못 이해한데서 빚어지는 문제로 인해 캠프에서 얻을 수 있는 실천적인 신앙교육의 장점을 최대한 누리지 못하고 있는 현실이라 판단된다. 그러나 기독교 캠프의 경험은 우리와 함께하시는 하나님의 실재를 캠프장과 집에서 발견하게 하는 또 다른 기회인 것이다.그래서 제Ⅳ장에서는 크리스쳔 캠프의 신앙 교육적 의의를 살펴봄으로써 이러한 문제 앞에서 크리스쳔 캠프에 대한 오해를 해결하고 교회의 신앙교육에 효과적인 현장인 크리스쳔 캠프를 논의하였다. 인간은 창조세계안서 광대하신 하나님에서부터 나의 옆에 계시는 자상하신 아버지 하나님 되심을 체험하고 그 안에서 하나님과의 관계를 회복할 수 있게 된다. 근본이 되는 하나님과의 관계의 회복에서 시작하여 캠프생활 가운데서 경험하게 되는 자기이해와 용납, 삶의 지난시간을 돌아보는 경험 등을 통해 자기 자신과의 관계를 회복하게 된다. 그리고 공동체 생활로 함께 하는 캠프에서 다른 사람 역시 자신과 동일하게 존귀한 존재임과 서로에 대해 사랑의 책임이 있음을 발견하게 된다. 또한 창조세계 안에서 지내는 캠프 생활 동안 세상을 돌보아야할 소명을 받은 존재임을 발견할 수 있게 된다.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자연 환경 속에서, 24시간을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생활에서 사람을 사랑하고 중요시 여기는 좋은 상담자와 경험하는 캠프는 삶 속에서 하나님과 사람과 자연과의 관계를 회복하는 진정한 그리스도인의 삶이 된다고 여겨진다.제Ⅴ장에서는 크리스쳔 캠프가 더욱 효과적인 신앙교육의 장이되기 위해서는 어떠한 요소들로 구성되어야하는지를 살펴보았다. 크리스쳔 캠프를 구성하는 원리는 4가지로 나누어 볼 수 있는데 첫째는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자연에서 가지는 생활, 둘째는 기독 공동체의 삶, 셋째 지속적인 기독인의 생활경험, 넷째 기독인 지도자와 함께하는 생활이다. 이 4가지를 한마디로 한다면 자연가운데서 가지는 기독공동체의 생활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이 장에서 바람직한 크리스쳔 캠프가 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지도자 중 캐빈 상담자라고 말하고 있다. 이 캐빈 상담자는 캠프기간 동안 캠퍼에게 있어서 실제적인 신앙의 모델이 되기 때문에 신중하게 선택하여야한다. 또한 캠프에서 이루어지는 모든 프로그램은 목표 지향적인 프로그램이 되어야할 것이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사람이다. 신앙을 교육하는 현장인 크리스쳔 캠프에서는 올바른 신앙을 소유한 지도자가 있어야한다. 캠퍼는 지도자의 신앙을 모델로 삼아 배우기 때문이다.‘캠프는 삶이다’라는 말이 있다. 이 말은 많은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연구자는 캠프는 경험되고 실제적이며 연속성이 있다는 의미가 가장 크다고 여긴다. 이것은 캠프는 어느 특정한 날에 특별한 체험과 가르침, 단기적인 경험만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내가 살아 있는 동안 계속 진행되어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그리스도인들이 캠프에서 경험되어지고 발견되고 변화 되어진 신앙의 성장들이 캠프기간동안에만 효과를 발휘하는 것이 아니라 캠프로부터 시작 되어서 앞으로의 삶에서 계속적으로 신앙이 성장되어져 갈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러한 의미에서 캠프는 배운 말씀을 삶에서 실천할 수 있는 효과적인 신앙교육의 장이라 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그리스도인이 그리스도의 장성한 분량에 이르기까지 달려가는 삶의 과정에서 만나게 되는 캠프는 그리스도인의 참다운 삶의 모델을 발견하고 경험하고 실천하는 좋은 교육의 현장이다. 신앙과 삶의 일치를 위해 고민하였던 곳이 기독교인의 삶의 현장이었다면 캠프는 또 하나의 삶의 현장이 되어서 신앙과 삶이 일치하는 그리스도인의 삶을 경험케 하는 또 하나의 삶의 현장인 것이다. 캠프는 생활로부터의 도피가 아니다. 오히려 캠프는 풍요로운 삶을 제공한다.

      • 공적신앙에 근거한 선교교육에 관한 연구

        김호영 장로회신학대학교 교육대학원 2010 국내석사

        RANK : 247807

        한국교회에 대한 비판과 정체현상은 교회의 본질과 정체성에 대해서 점검하게 해주었다. 과거에 대한 반성과 함께 교회가 새롭게 태어나기를 바라는 마음에 한국교회의 가장 취약한 부분인 공적신앙을 다루게 되었다. 사적인 신앙에 머물지 않고 세상에 대하여 교회로서의 역할을 제대로 감당할 때 한국교회의 신뢰가 회복이 될 것뿐만 아니라 하나님께 인정을 받아 마지막 세대에 하나님 나라 확장에 크게 쓰임 받는 교회가 될 것이다. 그러한 바램으로 공적신앙에 대한 성경적 이해와 신학적 이해를 먼저 살펴보았다. 율법서의 모든 법의 근본정신은 공동체의 질서 유지와 약자 보호를 목표로 하며, 예언서는 개인의 삶과 공공의 영역을 아우르면서 공공의 선을 요구하고 있다. 지혜문학에서는 모든 사람들이 하나님, 인간 공동체와 자연과 조화롭게 살아야 한다고 근본적인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신약성경에서는 죄인들을 부르시어 구원의 은총을 베푸시고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하라고 한다. 소외되고 버림받은 사람들에 대한 예수님의 관심처럼 모든 사람들과 함께 하는 기독교의 공공성 회복이 절실하게 요구 되고 있다. 공적신앙의 역사를 보면 세계교회에서나 한국교회의 역사를 보면 공적인 영역에 깊은 관심을 갖고 크게 기여한 것을 볼 수 있다. 맥스 스텍하우스 외의 많은 학자들은 공적신앙을 언급하면서 교회에 대한 시대적 요청이 공적신앙임을 강조하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 교회는 공적신앙의 개념정리를 새롭게 하면서 교회의 쇄신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다. 그러기 위해서는 하나님의 프락시스에 참여하여 나눔의 프락시스를 실천함으로서 성숙한 신앙을 향하여 앎과 삶의 일치를 이루어가야 한다. 세상의 교회는 선교를 위하여 존재하는 것인데 이 선교의 주체는 교회가 아니라 하나님이시다. 러셀은 참된 인간성을 회복시키는 하나님의 선교에 교회가 동참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그러면서 기독교교육은 선교교육이라고 표현하고 있다. 공적신앙 양육을 위해서 가장 필요한 것은 삼위일체-탈인습적 자아정체성을 형성과, 제자직과 시민직을 균형 있게 수행하는 것, 그리고 교회-가정-사회가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공적신앙 양육을 위한 생태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이렇게 조성된 생태환경 속에서 교회는 공적신앙 양육을 위한 선교교육을 실행하여 하나님 나라의 자유, 평화, 정의, 사랑 등을 인간의 다양한 공동체에서 실현해 나가며 생태계에까지도 하나님의 피조 공동체의 일부로 인식하고 구원해 나가는 일에 동참해야 한다. 공적신앙 양육을 지향하는 선교교육의 방법으로는 예전, 강의법 등 다양하지만 그 중에서 가장 교육효과가 크게 작용하는 것은 디아코니아, 즉 섬김교육이다. 그래서 많은 교육방법 중에 섬김교육을 택하였고, 그 학습자로는 가정과 교회에서 기둥과 같은 존재로서 교육에 대한 가장 큰 효과를 나타낼 남선교회를 선택하였다. 섬김교육을 통해 남선교회는 하나님의 프락시스에 입각한 프락시스의 인식론과 신앙의 정체성과 세계와의 관계, 긍휼과 연대성을 배우고, 일상에서 하나님의 프락시스를 경험하고 가정, 직장, 사회, 세계가 함께 만들어가는 전 지구적 활동을 구상할 수 있다. 공적신앙 양육을 지향하는 남선교회 섬김교육은 예수 그리스도의 섬김의 정신과 삶을 본받아 하나님 나라의 제자가 되고 시민이 되기 위한 교육과정이다. 12주 동안의 교육을 통하여 공적신앙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고, 현장에 나가서 섬김을 실천하는 훈련을 통해 남선교회의 공적신앙 뿐만 아니라 그가 속한 교회, 점진적으로 사회와 세상에까지 큰 공적기여를 하게 될 것이라 기대하면서 교육프로그램을 구상해 보았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