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학위유형
        • 수여기관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지도교수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서비스 무역의 결정요인과 국제경쟁력에 관한 연구

        김영환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12 국내박사

        RANK : 249647

        ABSTRACTA Study on the Determinants and the International Competitiveness for Service Tradeby Kim, Young HwanDepartment of International TradeGraduate SchoolKorea Maritime UniversityThe importance of the service industry has been expanded continuously as the economy has progressed recently. In the past, the service industry was regarded as a field with low productivity, compared with the manufacturing industry, because it was characterized by a low level of technical standards and its labor-intensity. However, the importance of the service industry begins to be newly recognized because of the development of information-communication technology and transportation which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of productivity. It not only enables commodities to be delivered in the long distances, but also makes the previous services embodied in the goods now more separate from those goods.The importance of the service trade is highly emphasized as the international trade volume has increased according to the globalization of the economy. It is also expected that the service trade will be expanded because the value added ratio it has created is over 70%. On the contrary, the ratio of the service trade over world is just 20%. Compared with the classic manufacturing industry, the service industry is highly value-added. It also encourages a stable national economy by stimulating other industries like manufacturing, creating jobs and promoting consumption.Although Korean economy has enjoyed its national competitiveness in the manufacturing industry, it has been burdened with the service trade deficit.Therefore,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find out what is going on in Korean service industry by analyzing the situation of the service industry, present progress of the service trade, Korean national competitiveness in the service trade and the main causes which decide the amount of exports in the service trade.In order to analyze all of facts mentioned above in the service trade, several statistical researches are required. First, I took advantage of the evaluation indexes for international competitiveness such as the Trade Specialization Index (TSI), Revealed Comparative Advantage (RCA) and International Market Share (IMS). IMF's Balance of Payments statistics(BOP) was used as statistical data. The results are that the transportation service has shown the most competitive sector in Korean service trade while the financial service and the construction service are slightly competitive rather than other services. Secondly, I made an attempt to know what factors affects the service industry's growth. Gravity Model was utilized in doing that with OECD Statistics on International Trade in Services, which targets 34 OECD members. It is found that the GDP growth of the importing country contributes the expansion of the service trade volume. It is also found that cultural accessibility (e.g. language, historical relation, and colonial experiences etc.) and economic freedom have a meaningful effect on service trade between the two countries. Consequently, in order to expand the service trade, the policies which aims at expanding the freedom for both domestic trade and business are acutely required.

      • 선박 조세 리스제도 도입의 경제적 효과 분석

        조규열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20 국내박사

        RANK : 249647

        Tax lease scheme for ships is one of the advanced ship financing tools. It provides tax benefits through accelerated depreciation on capital allowance and transfer them to the ship operator(lessee) by reducing rental payments. Tax lease scheme for ships was introduced in 1978 by Japan and in 1998 by France to support their shipping and shipbuilding industries. The size of tax benefits in a tax lease scheme which can furnish the ship operator with effective tax benefits of about 10% of the ship price, varies by the country depending on the depreciation rate for ships, corporate tax rate, and the tax system on profits from the sale of a ship or SPC. This study is the first academic attempt in Korea to analyze the tax lease scheme for ships in major countries such as France and Japan, and the process of generating and distributing tax benefits. It is also the first to design the virtual model of Korean tax lease scheme for ships, and to analyze economic effects such as tax benefit effects and industrial linkage effects. Consequently, this study mainly benchmarked the French tax lease scheme for ships, which is considered to be the most appropriate to apply for building a virtual model of the Korean tax lease scheme for ships. In addition, the Korean virtual model was designed with the premise that the related tax laws such as the corporate tax law should be revised to the minimum extent possible while maintaining the basic framework of the current Korean tax laws. First of all, based on the analysis of each country’s tax lease scheme for ships, the size of tax benefits was analyzed to be 18.9% of the ship price in France, 13.6% in Japan, 10.8% in the UK, and 14.5% in Korea(virtual model). This is because the size of the tax benefits is differentiated according to accelerated depreciation rate and corporate tax rate of each country, both of which have the greatest influence on the size of tax benefit. The tax benefit of the Korean virtual model is the result of utilizing an accelerated depreciation rate of 25.9% p.a. and a corporate tax rate of 25%. Next, the industrial linkage effect of the Korean virtual model is comprised of the production-induced effect and the employment-induced effect to the entire Korean industry when the Korean model is enforced to the proposed same project. It is assumed that the tax benefits(U$14.5 million) generated by the Korean virtual model are distributed to ship operators with 75%(U$10.9 million) and to investors with 25%(U$3.6 million), respectively. If ship operators reinvest the tax benefit(U$10.9 million) into the ship manufacturing industry and investors reinvest the tax benefit(U$3.6 million) into the financial industry, two industries could have a ripple effect of U$32.4 million(U$27.1 million with the ship manufacturing industry and U$5.3 million with the financial industry, respectively) on other industries which is 2.2 times the tax benefit U$14.5 million. In order to secure the effectiveness, in terms of the size of tax benefits, of the Korean tax lease scheme for ships, the following issues should be weighed and discussed in more detailed; ① to allow accelerated depreciation of ships ② to establish tax trans-parent entity(SPV) ③ to transfer tax losses of SPV to the parent company(investors) ④ to allow tax exemption on the profits from the sales of a ship or SPV before the end of the lease period. Most of the above issues require revision of current tax laws such as corporate taxation law. Unfortunately, this study did not provide a clear solution to these issues. However, I think it may be more desirable for experts in the fields of law, accounting, taxation, shipping, and finance to set up Task Force Team to derive sophisticated solutions. Despite limited information and data regarding the tax lease scheme for ships, this study was the first attempt in Korea to design a practical model of the Korean tax lease scheme based on some predictable assumptions. Consequently, a group of legal, accounting, tax, shipping and financing experts will follow up with more professional and practical reviews for the model in the near future, so that this study will serve as a small contribution to the early introduction of the Korean tax lease scheme for ships. 선박 조세 리스제도는 선박 인도 후 SPC(Lessor)가 리스기간 초기에 고속 감가상각을 통해 대규모 감가상각비(비용)를 발생시키고 이 비용을 SPC의 모회사(투자자)에게 이전시켜 투자자에게 세제혜택의 일부를 제공하고 나머지 세제혜택은 해당 리스거래에 대한 실질적인 리스크를 부담하는 선사(Lessee)에게 제공함으로써 선사의 선박 발주비용을 절감시키는 구조의 리스제도이다. 이러한 선박 조세 리스제도는 1960년대 초반 이후 영국, 프랑스, 일본 등 조선·해운·금융 산업이 발달된 국가에서 자국 산업의 보호·육성이란 목적으로 도입되어 널리 활용되었다. 세제혜택 규모는 리스거래 발생국가의 선박에 대한 감가상각률, 법인세율, 선박 또는 SPC 소유권 이전 시 매각차익에 대한 과세제도 등에 따라 차이가 있다. 선박 조세 리스제도는 제도의 설계방법에 따라 선가의 약 10% 수준에 이르는 실효적 세제혜택을 선사에게 제공할 수 있다. 이 제도를 국내에 도입하여 세제혜택을 적절히 활용할 경우 국내 선박금융시장에서 다양한 신규 투자자 유치를 통해 선박금융시장의 유동성 부족을 해소할 수 있다. 국제적으로 조세 리스제도에서 생성되는 세제혜택이 보조금 시비 대상이 될 소지가 있어 각 국가는 제도의 구체적인 운영 방법을 사실상 공개하지 않아 선박 조세 리스제도에 관한 선행연구는 극히 제한되어 있다. 또한 선박 조세 리스제도가 아직 국내에 도입되지 않아 실제 제도의 운영내용이나 추진거래를 대상으로 수집‧분석한 자료도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본 연구는 프랑스 등 주요국 선박 조세 리스제도의 운영 현황, 세제혜택 생성과 배분 과정, 한국형 선박 조세 리스제도 가상모형의 설계 및 세제혜택효과, 산업연관효과 등 경제적 효과 등을 분석한 국내 최초의 학문적 시도이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우리나라 실정에 적용하기에 가장 알맞은 것으로 판단되는 프랑스 선박 조세 리스제도를 주로 벤치마킹하여 한국형 선박 조세 리스제도의 가상모형을 설계하였다. 한국형 가상모형은 현행 우리나라 관련 세법의 기본 틀을 유지하되 가능한 최소의 범위 내에서 법인세법 등 관련 세법이 개정되는 것을 전제로 설계하였다. 우선 선박 조세 리스제도의 세제혜택효과 분석결과를 국가별로 보면 프랑스 18.9%, 일본 13.6%, 영국 10.8%, 한국(가상모형) 14.5%로 분석되었다. 이는 세제혜택 규모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각 국가의 고속감가상각률과 법인세율에 따라 세제혜택 규모가 차등화된 것이다. 한국형 가상모형의 세제혜택 규모는 고속감가상각률 연 25.9%, 법인세율 25%를 적용한 결과이다. 이는 신조 선박 1척(U$ 1억) 건조 프로젝트에 대해 한국형 가상모형을 적용하였을 때 생성되는 세제혜택 규모가 선가의 약 14.5%(U$14,537천)가 된다는 것을 말한다. 다음으로 한국형 가상모형의 산업연관효과는 신조 선박 1척(U$ 1억) 건조 프로젝트에 대해 한국형 가상모형을 적용하였을 때 우리나라 전체 산업에 유발되는 생산유발효과, 산업 전‧후방 연쇄효과, 취업(고용)유발효과를 분석하였다. 한국형 가상모형의 기본가정에 따라 상기 프로젝트에 대해 한국형 가상모형을 적용하였을 때 생성되는 세제혜택(U$14,537천)을 선사와 투자자에게 각각 75%와 25%를 분배하는 것을 가정하였다. 이에 따라 선사는 세제혜택의 75%(U$10,902천)를 선박제조업에, 투자자는 25%(U$3,635천)를 금융업에 모두 재투자한다고 하였을 때 타 산업에 파급되는 생산유발효과는 선박제조업이 U$27,074천, 금융업이 U$5,336천으로 총 U$32,410천(세제혜택 U$14,537천의 2.2배 규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동일한 가정 하에 산업 전체의 취업유발효과는 221명, 고용유발효과는 187명인 것으로 분석되었다. 본 연구의 세제혜택효과와 산업연관효과는 한국형 선박 조세 리스제도의 가상모형에 기반하여 분석하였기 때문에 분석결과의 일반화에는 분명히 한계가 있다. 본 연구에서 살펴 본 주요국 선박 조세 리스제도와 한국형 가상모형의 설계내용 등을 종합해 볼 때 향후 한국형 선박 조세 리스제도가 세제혜택 규모 등의 면에서 실효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①선박에 대한 고속 감가상각 허용 ②비과세대상 특수목적법인(SPV) 설립 ③SPV의 모기업(투자자) 앞 손금 이전 ④비과세 익명조합 형태의 SPV 설립 허용 및 지분별 손금 이전(공동투자의 경우) ⑤리스기간 종료 전 선박/SPV 지분 매각 시 매각차익에 대한 면세 ⑥리스기간 종료 후 해당 선박의 톤세제도 편입 허용 등의 과제들을 해결하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본 연구는 향후 관련 정부부처나 업계에서 제도 도입의 필요성과 당위성 등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되고 법률, 회계, 조세, 해운, 금융 등 관련전문가들의 후행연구도 활성화되어 선박 조세 리스제도의 국내 도입을 위한 논의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자원개발특성화대학사업(KEMREP) 분석을 통한 기술인력 양성방안 연구

        류형근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20 국내석사

        RANK : 249647

        자원개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추진된 자원개발특성화대학사업이 2019년 2월부로 종료되었다. 대학 인력양성사업의 중단은 미래 자원개발산업의 인력 부족과 역량 부실을 야기하여 국내 자원 확보와 더불어 연관 산업에 차질을 초래할 가능성이 크다. 이에 정부가 자원개발 기본계획(‘20~‘29)(2020)을 통해 제시한 인력양성 계획을 토대로 자원개발 분야 신규 인력양성사업 진행 시 추진하여야 할 교육 프로그램과 적정한 대학 선정 규모를 연구하고자 하였다. 신규 인력양성사업의 교육 프로그램 연구는 자원개발특성화대학사업에 대한 조사 및 분석과 선행 연구의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IPA 분석, Borich 요구도 분석, Locus for Focus 분석 등을 실시하여 기존 교육 프로그램의 우선 순위를 도출한 뒤, 이를 토대로 교육 프로그램을 개선·보완하는 방식으로 진행하였다. 그 결과, 현장실무 단기연수, 현장전문가 진로상담 멘토링, 인턴십, 현장실습, 글로벌 현장전문가 초청강의, 우수학생 해외진출 프로그램, 산학 협력 연구, 대학 융합 프로그램 순으로 시행 우선 순위가 높음을 확인하였다. 이를 토대로 신규사업에서는 전문 S/W 교육, 전문가 강의, 현장실습, 인턴십 프로그램으로 간소화하여 운영함으로써 대학의 교육 자율성과 운영 효율을 제고하는 방안을 제안하였다. 대학원 프로그램은 현행 체계를 검토하여 기존 산학 협력 연구단 운영방식이 효과적임을 확인하고 현행 체계를 유지할 것을 제안하였다. 참여대학 선정규모는 산업계 인력수요 인원수를 역산해 본 결과, 학부는 5개의 특화대학을 지정하고, 대학원은 6개의 연구과제를 컨소시엄 형태로 운영하는 것이 적합한 것으로 추산되었다. 본 연구 결과가 자원개발 신규 인력양성사업 기획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

      • 한국미학의 미적 범주 연구

        박지은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18 국내박사

        RANK : 249647

        Since Korean aesthetics was formed, the aesthetic categories of the discipline has been being discussed. Firstly created by Yanagi Muneyoshi and Koh Yu-seop, the theory of Korean aesthetic categories was gradually expanded to different arguments that were subjective and independent. Recently, there have been increased demands for integrating those arguments. However, there’s still little or no research to meet the demand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suggest the categories of Korean aesthetics in more probable and systematic ways by comprehensively researching them and comparing between Western and East Asian aesthetics. So far, the categories of Korean aesthetics have been researched in a variety of disciplines including art, bibliography, religious science and cultural studies. However, such prior research have limitations in that they are inconsistent depending on their author or they deal with only some particular categories. Of course, no prior research on correlations between aesthetic categories of the East and the West is found. This study wasdesigned to investigate aesthetic categories of three East Asian countries, especially focusing on Korean aesthetics, and then compare them with those of the West. For this, the study borrowed Dessoir’s circular categorical system based on which this research could analyze categories of which aesthetics of each East Asian nation consists. The analysis found that Chinese aesthetics has yet to be categorically systematic, reflecting Chinese scholastic trends of orienting being non-systematic. Chinese aesthetic categories greatly vary depending on period and scholar. In contrast, Japanese aesthetics has its categories systematized under the early introduction of Western disciplines. Aesthetic categories have no boundaries to make them clearly separate from one another. They are, rather, correlated or interactively influential. Mutual development under confrontation is a relationship found between the categories of Korean aesthetics like Han(恨), Heung(興), Sinmyung(神命) and Meot(멋). Such relationship may be the case for the categories of Chinese aesthetics like vigorousness, daam, jaryeon, jangmi, biheung and goa and those of Japanese aesthetics like yooukeng, aware, okashi, sabi and wabi. These aesthetic categories of the three East Asian nations all orient harmony under diversity. However, the extent of the orientation is different among the three countries. From the view of Dessoir’s circular categorical system, Chinese aesthetic categories have lack of tragic or comic beauty, but put more emphasis on harmony with the universe that dwells in life. They don’t separate between man and nature, but admire the sublimity of nature, pursuing a moderate beauty of elegance. From the perspective of Dessoir’s framework like above, Japanese aesthetic categories put much more importance on elegant or tragic beauty. This is true to all of the Japanese categories like yooukeng, aware, wabi and sabi, except okashi that focuses on comic beauty. Considered from the view of Dessoir’s circular categorial system, aesthetic categories of the three East Asian countries have elegant beauty in common. The categories of Korean aesthetics cover from elegant beauty, which is based on naturalism, to comic beauty. They pursue balance and harmony under coexistence of the extreme opposites. In Korean aesthetics, it’s not that negative categories unilaterally lead positive ones and vice versa, but that the opposite categories interact in balance between synchronization and non-synchronization. All things exist and move together, according to Korean aesthetics. Both outer coexistence centering around taste and inner combination or harmony are found in the categories of Korean aesthetics, where if one category becomes extremely negative, it gives way to another category that is positive and vice versa. Korean aesthetics is so unique that it allows opposite aesthetic emotions to get along and mix with each other in discussing Korean beauty. That such opposite emotions mix together into new aesthetic categories represents how dynamic Korean aesthetic categories are. Taste is, from an aesthetic view, life of the universe itself that is not artificial but natural. It can exist only when having natural balance of itself. In Korea, taste has been highly recognized as an aesthetic category into which possible sub-categories like truth, good and beauty are integrated. It deserves to keep remaining as a key characteristic of Korean culture. Today, conflict and harmony are important issues in relationships between humans as well as between man and nature. Amid a rapid Westernization of our society, we haven’t had time to properly learn the principles of Yi and Yang with the spirit of balance and harmony. In association with this,Korean aesthetics has so far failed to make its confronting categories balanced and harmonized with one another. Now it’s time to try converting the categories of Korean aesthetics into those closer to daily life by applying taste as the very core of the aesthetic categories in practical ways. From the perspective of aesthetics, taste is like sort of simplicity that results not from the instant explosion of pain and distress we human beings have inside, but from the final discharge of power that we have long accumulated and finely nurtured. Taste seeks to harmonize itself with each aesthetic category. Aesthetically, taste keep reminding us of the facts that every environment around us is natural vitality itself and that the vitality is with us as it is always available in our life. 한국미학의 형성 이후 미적 범주에 대한 논의가 지속되었다. 야나기 무네요시(柳宗悅)와 고유섭으로부터 시작한 범주론은 주관적이고 개별적인 형태로 이어지다 최근에 이르러 이를 종합해야 한다는 요구가 커졌다. 그럼에도 이러한 요구를 충족할 연구는 부족한 것이 사실이다. 본 연구는 한국미학의 미적 범주에 대한 종합적인 연구를 수행하고 서양과 동아시아 미학의 상호 비교를 통해 가능한 미적 범주의 체계를 도출하는 데 목적이 있다. 한국미학의 미적 범주 연구는 그 동안 예술장르뿐만 아니라 문헌학, 종교학, 문화연구 등의 다양한 측면에서 진행되어 왔다. 그럼에도 논자에 따라 체계 없이 기술되거나 개별 범주에 집중하여 한계를 보였다. 더불어 서구와 동아시아의 미적 범주들이 가지는 상관관계를 논의한 연구는 찾기 어렵다. 본 연구는 한국미학의 미적 범주를 중심에 두면서 동아시아 삼국의 미적 범주를 연관시키고 서양의 체계와 비교를 시도하였다. 이를 위해 데스와르의 원환적 체계를 원용하였는데 이는 동아시아 미적 범주의 분포를 살펴볼 수 있는 계기를 부여하였다. 그런데 중국의 미적 범주는 아직 체계를 형성하고 있지 못하다. 비체계의 체계를 지향하는 중국의 학적 경향을 반영하는가 하면 시대와 학자에 따라 광범위하게 나열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비하여 일본은 서양 학문의 수용으로 미적 범주가 일정한 체계를 형성하고 있다. 미적 범주들은 분명한 경계를 지니면서 분리되지 않는다. 오히려 상호 연관되거나 영향을 주고받는 운동성을 지닌다. 한국의 미적 범주인 한, 흥, 신명, 멋은 상반상성의 관계 속에서 길항한다. 이는 기운생동, 담(淡), 자련, 장미, 비흥, 고아 등의 중국 미적 범주와 유우겡, 아와레, 오카시, 사비, 와비 등의 일본 미적 범주와 겹쳐 읽을 수 있다. 동아시아 삼국은 모두 화해(和諧)를 지향하면서 그 지향과 운동에서 차이를 드러낸다. 이를 데스와르의 원환적 체계 위에서 고찰하면 중국의 미적 범주는 비장미와 골계미가 약화된 경향을 보이면서 생명 내부에 깃든 우주와의 화해를 강조한다. 인간과 자연을 나누지 않고 자연의 숭고함을 경배하는 가운데 절제된 우아미를 추구한다고 볼 수 있다. 일본의 미적 범주는 데스와르의 도식에 따를 때 우아미와 비장미 쪽으로 치우쳐 있다. 골계미에 속하는 오카시를 제외하고 유우겡, 아와레,와비, 사비는 비슷한 분포를 가진다. 데스와르의 원환 체계에 준하여 살펴보았을 때 동아시아 세 나라의 공통 범주는 우아미에 해당하며, 한국은 자연주의를 기본으로 이러한 우아에서 골계에 이르는 영역의 진폭을 보인다. 한국 미학의 미적 범주 체계는 극과 극의 상생하는 움직임 속에서 균형과 조화의 화해를 추구한다. 하나의 음의 범주와 하나의 양의 범주는 어느 한쪽이 일방적으로 주도하는 불균형적인 것이 아닌 비동시적인 동시성을 가진다. 일체의 사물은 모두 같이 공존하거나 운동성을 가진다. 한국의 미적 범주는 멋을 중심으로 바깥으로 상생하고 안쪽으로 상반되는 범주들이 교합하면서 조화를 이룬다. 한국의 미적 범주는 하나의 범주가 음이 극에 달하면 양을 위해 물러가고 양이 극에 치달으면 음이 물러가는 것으로 움직인다. 한국미를 논할 때 서로 반대가 되는 정서가 어울려서 뒤섞일 수 있는 미적 감정은 아주 특별하다. 반대편의 감정들이 한곳에 뒤섞여서 새로운 미적 범주를 만들어낸다는 것은 한국의 미적 범주가 역동적인 운동성을 가지고 있다는 의미이다. 멋은 인공적이지 않은 자연스러운 우주 생명의 자체로서 나타나며, 그 자체로 자연스러운 균형을 이룰 때 비로소 멋이 존재하게 된다. 한국의 멋은 진·선·미를 아우르는 한국의 미적 범주로서 가치를 지녀왔으며 앞으로도 한국문화의 특징이 되어야 함이 분명하다. 오늘날 사람과 사람, 인간과 자연의 관계 속에서 갈등과 화합이 중요시 되고 있다. 그 동안 사회는 급속도로 서구화되어 가는 가운데 균형과 조화의 마음으로 음양의 이치를 제대로 익힐 시간을 갖지 못했다. 미적 범주의 차원에서 한국 사회는 각각의 범주들이 조화를 이루면서 화합하는, 서로 반대되는 범주들 간의 적절한 균형을 잃었다. 한국 미학의 미적 범주의 중심에 있는 멋을 실용주의 미학으로 전환하여 일상미학의 토대로 만들어가야 할 시점이다. 우리 안에 있는 고단함과 힘듦을 즉시 폭발해 내는 것이 아니라, 쌓은 것을 갈고 닦아서 마지막 순간에 그 힘을 응축시켜서 터져 나오는 담담함이 멋이다. 이는 또한 각각의 미적 범주들과의 어울림을 지향한다. 멋은 우리 주변의 모든 환경들이 자연의 생명력 그 자체이며, 우리의 삶 속에 꿈틀거리는 자연의 생명력이 우리와 함께 존재한다는 의미를 지속적으로 발산한다.

      • 해양경찰청 해양오염방제인력의 영향요인에 관한 연구

        정재헌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18 국내박사

        RANK : 249647

        이 논문은 해양오염사고의 대형화와 더불어 재난업무로써 그 비중이 날로 높아지는 해양오염방제업무에 있어서 그 업무를 담당할 방제인력에 영향을 주 는 결정요인을 밝히고자 하는 연구이다 . 조직에서의 인력관리는 인적자원의 수 요와 관련하여 중요한 부분이며, 따라서 적정 수요인력을 산정하는 기준을 마 련하는 것은 필수적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해양경찰청 재난업무에 대해 방제인력의 필요성과 역할은 점차 커져 감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이와 관련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지 않은 실정이 다. 따라서 현재까지 해양경찰청의 자체 노력의 부족과 더불어, 학계에서도 이 와 관련된 어떠한 연구도 존재하고 있지 않아, 해양오염방제 서비스가 실현될 수 있는 인력의 적정규모는 어느 정도인지를 제안하기 위하여 방제인력 표준정 원 모형을 시험적으로 도출하였다. 2004년부터 2016년까지의 통계 시계열적 수치를 기준으로 한 회귀분석 결과, 해양경찰청 해양오염방제인력에 결정적인 영향요인으로 해양오염 신고건수, 해 양환경관련 민원․신고건수, 방제정 척수, 유회수기 수로 나타났다. 해양오염 발 생건수는 실질적인 기름이 선박 및 육상으로부터 해난, 부주의, 고의, 파손 등 의 원인으로 인해 기름 및 폐기물 등의 오염물질이 바다로 유출된 건수를 의미 하며 해양환경관련 민원 신고건수는 현지 , ․ 대응기관인 해양경찰서의 해양오염방 제과 또는 상황실로 통해 접수된 현장 목격자 또는 행위자의 해양오염 신고를 의미한다. 방제정척수는 해양오염방제를 위해 장비를 갖춘 선박의 수를 말하며, 유회수기는 해양오염 시 기름을 회수하기 위한 장비를 말한다. 따라서 해양경 찰청 해양오염방제인력에 영향요인인 4개의 독립변수를 이용하여 이를 정원모 형으로 제시하면, 아래와 같다. Y(인력수) = 상수 + (B[비표준화 계수]×해양오염사고 발생건수) + (B[비표준화 계수]×해양환경관련 민원․신고 건수) + (B[비표준화 계수]×방제정 척수) + (B [비표준화 계수]×유회수기수) Y(인력수) = 104.969 + (.346×284.6) + (.192×1030.9) + (.081×26.0) + (.168×87.3) 이상의 표준정원모형에 따라 해양경찰청 해양오염 방제인력수를 산정하면 418.15명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04년부터 2016년까지의 정원에 대한 방제인력의 평균 정원수는 268.38명으 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정원 산정 방식에 따른 표준정원인 418.15명과 비교 할 때 149.77명이 부족하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2016년도 해양경찰청 직제에 따 른 법정정원 324명보다 94.15명이 부족하고, 2016년 현원 대비해서는 96.15명이 부족한 현실임을 알 수 있다. 이러한 연구결과는 해양경찰에서 해양오염 방제인력에 결정적으로 영향을 미 치는 독립변수 4가지 요인들을 강화하거나 보완하는 방향으로 국가 방제시스템 을 구축하여야 한다는 점을 시사한다. 본 연구에서 제시한 해양경찰청 해양오염 방제인력 산정지표 개발은 해양오 염 재난업무 분야에서 매우 중요한, 인력과 관련한 논의를 촉진시켜, 활발한 후 속 연구의 밑거름이 될 것이며, 본 연구에서 개발한 지표를 이용하여 실질적으 로 적정 인력을 산출할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으로 사료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dentify the influencing factors to determine the proper size of pollution control manpower in Korea Coast Guard, who are in charge of marine pollution control services which are becoming more important these days due to the increasing magnitude of marine pollution disasters and as disaster response services. Manpower management in an organization is an important issue, and the preparation of the criteria for calculating the proper size of the manpower is essential. For this reason, while there have not been any studies or efforts of Korea Coast Guard in this matter so far, the authors experimentally developed a standard model for calculating the proper manpower size, in order to suggest the proper manpower size for marine pollution control within Korea Coast Guard in order to realize marine pollution control services. For this reason, the authors reviewed existing studies related to manpower sizes in order to review the proposed criteria for the manpower size and overviewed the theories on the method to estimate the demands for manpower. Then, the authors analyzed the factors that could statistically be quantified for marine pollution control services and the functional relationship between these factors and the manpower for pollution control, using an empirical and quantitative manner using regression analysis model that calculates the factors for determining the manpower and extracts the manpower calculation model based on the result of such an analysis. For this study, the data from 2004 to 2016, totaling to 13 years, were analyzed. The result of the study showed that the influencing factors to determine an appropriate size of the manpower included the number of marine pollution events, number of reported complaints related to marine environment, and number of pollution control ships, and number of oil skimmeres. The number of marine pollution events meant the number of incidents where actual oil or other waste material spelt from a vessel or a ground facility leaked into the sea, due to a maritime accident, negligence, deliberate actions, or damages. The number of reported complaints related to marine environment means the number of marine pollution reports from the field witnesses or the person who committed the act, received by the situation room or the Department of Marine Pollution Control in a Coast Guard Station, which is a field response organization. The number of pollution control ship is equipped with equipment for the reponse of marine pollution accidents. The number of oil skimmer is equipment to recover oil in case of marine pollution accident. The result of the influencing factors of manpower for marine pollution control in Korea Coast Guard using the calculation model for the pollution control manpower for Korea Coast Guard showed that the standard manpower size was 418.15 persons. Compared to the average size of the manpower from 2004 to 2016, which was 268.38, it indicates that the manpower size is still 149.76 short of the proper size of 418.15. It is also clear that, compared to the legal manpower size for pollution control in 2016, which was 324, the agency still needs 96.14 more persons to be manned properly. Based on these findings, Korea Coast Guard should design the national control system in order to strengthen the four independent variables that affect the marine pollution control personnel. This implication of this study is that a standard manpower size calculation model for pollution control manpower was developed, while there have been scarcely any studies on the proper manpower size for marine pollution control for Korea Coast Guard so far. Therefore, it is difficult to assume that all of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valid, and it is the hope of the authors that the experimental study may be used as an opportunity for follow up studies in the future.

      •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의 은행의 효율성 비교 분석: DEA와 SFA 방식을 적용한 다투입-다산출모형을 중심으로

        Asamov Ravshan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18 국내박사

        RANK : 249647

        이 논문에서 우즈베키스탄과 한국 은행의 효율성을 측정하기 위해 데이터 포락 분석 (Data Envelopment Analysis, DEA), 확률적 프론티어 분석 (Stochastic Frontier Analysis, SFA) 을 사용했다. 분석 기간은 2010 년부터 2014 년까지 5 년간이며,이 연구는 14 개의 한국 및 우즈베키스탄 은행을 분석했다. 분석을위한 투입물은 종업원수, 총자산 및 자본이었으며, 산출물은 총대출, 총이익이었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이 요약되었다. 첫째,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은행의 효율성 비교 분석 결과. 기술 효율성 측면에서 한국 은행은 분석 기간 동안 불변규모수익(Constant Returns to Scale) 과 규모의 증대 (Increase Return to Scale) 추세를 보였으, 우즈베키스탄 은행의 기술 효율성은 규모의 축소(Decrease Return to Scale) 추세를 보였다. 규모 효율성 측면에서 볼 때 한국 은행은 CRS가 대폭 증가한 반면 우즈베키스탄 은행의 효율성은 2010 년에서 2013 년까지 2014 년에 감소했다. 둘째,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의 은행 간 규모의 경제를 비교 분석 한 결과. 우즈베키스탄의 많은 은행들이 규모의 축소 (DRS)를 경험하는 동안 한국 은행은 규모의 증대 (IRS)를 경험했다. 셋째, SFA 분석을 이용한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의 은행 효율성은 한국 은행의 효율성이 2010 년에서 2012 년까지 증가하였고 2013 년부터 2014 년까지 지속적으로 나타났다. 2010 년부터 2014 년까지 우즈베키스탄 은행의 효율성은 일반적으로 감소하였다. 넷째, DEA와 SFA의 효율성을 비교한 결과. DEA에서 계산 한 CCR 값과 SFA의 효율성 간에는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가 없기 때문에 비슷한 추세가 있음을 알 수있다. 다섯째, 2010 년과 2014 년 사이에 생산성 지수를 사용하여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은행의 효율성 변화를 조사하였다. 한국의 은행 효율성 제고 측면에서 생산성 지표는 2010-2011 기간과 2013 년 사이에 1을 초과하였다. 2014년 효율성이 전년도보다 증가했다. 그러나 2010-2012년 생산성 지수는 1 미만이었고 효율성은 전년도에 비해 감소하였다. 우즈베키스탄 은행의 경우 생산성 지수는 2011-2011년에서 2013-2014년까지 1을 초과했으며 효율성은 전년 대비 증가했다. 여섯째, 포트폴리오는 기술 분석 및 생산성 지수를 비교하는 데 사용되었다. 대부분의 한국 은행은 높은 성장 잠재력을 지니고 있었다. 우즈베키스탄의 Aloqa Bank, People 's Bank, Hamkor Bank 는 높은 경쟁력과 높은 성장 잠재력을 가진 은행으로 가장 발전 가능성이 높다. 한국에서 경쟁력이 낮고 성장 잠재력이 낮은 은행은 신한 은행과 우리 은행이었다. 이 연구에서는 다음과 같은 한계점이 있다: 첫째, 효율성 분석을 위한 DEA와 SFA는 상대효율을 분석하기 때문에 은행의 절대 효율을 측정 할 수 없다. 따라서 효율성과 그 변화는 입력 및 산출 변수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은행의 효율성 변화는 더 많은 변수가 추가되고 더 정확하게 측정되어야 하지만, DEA와 SFA에는 변수의 수뿐만 아니라 결정 단위의 수를 고려해야한다는 한계가있다. In this paper we used Data Envelopment Analysis (DEA), The Stochastic Frontier Analysis (SFA) to measure the efficiency of the Uzbekistan and South Korean banks. The analysis period was from 2010 to 2014 for five years and the study analyzed 14 South Korean and Uzbekistan banks. The inputs for the analysis were the number of employees, total assets and equity and the outputs were total loan, operating revenue and total profit. The results of the research ar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 results are from the comparative analysis of efficiency of South Korean and Uzbekistan banks. In terms of technical efficiency, the banks of South Korea showed CRS and IRS trends within the analysis period, but technical efficiency for the Uzbekistan banks showed DRS trends. In terms of scale efficiency, the banks of South Korea increased and showed mostly CRS, whilst scale efficiency of the Uzbekistan banks decreased from 2010 to 2013 bur rose in 2014. Second, the results are from the comparative analysis of economies of scale between the banks in South Korea and Uzbekistan. South Korean banks experienced increasing return to scale (IRS) while many banks in Uzbekistan experienced decreasing return to scale (DRS). Third, the efficiency of the banks in South Korea and Uzbekistan by using the SFA analysis shows that the efficiency in the South Korean banks increased from 2010 to 2012 and showed constant from 2013 to 2014. The efficiency in the Uzbekistan banks from 2010 to 2014 generally decreased. Fourth, the efficiency of DEA and SFA are compared. Since there i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CCR value calculated by DEA and the efficiency of SFA, it shows that there is a similar trend. Fifth, we examined the changes in efficiency of South Korea and Uzbekistan banks by using productivity index between 2010 and 2014. In terms of the changes in efficiency of the banks in South Korea, the productivity index value exceeded 1 between 2010-2011 periods and 2013-2014 periods, indicating that the efficiency increased from the previous year. However, the productivity index was less than 1 during 2010-2012 period and the efficiency decreased from the previous year. In the case of Uzbekistan banks, the productivity index exceeded 1 from 2011-2011 periods to 2013-2014 periods and the efficiency increased from the previous year. Six, the portfolio was used to compare the technical analysis and productivity index. Most South Korean banks were high growth potential. And for Uzbekistan banks, Aloqa Bank, People’s Bank, Hamkor Bank was the most likely banks with high competitiveness and high growth potential. There were no banks with high competitiveness and low growth potential. The banks with low competitiveness and low growth potential were Shinhan Bank and Woori Bank. In this research we suggest the following limitations. First, DEA and SFA for efficiency analysis only analysis relative efficiency, so banks’ absolute efficiency cannot be measured. Therefore, the efficiency and its changes can vary depending on input and output variables. The efficiency changes of banks can be measured more accurately when more variables and added. However, for DEA and SFA have limitations that not only the number of variables but also the number of decision units should be taken into consideration. Therefore, both input and output variables need to be carefully considered in order to measure the efficiency and the efficiency changes for conducting a comparative analysis, such as the number of banks, the global financial environment variable during the analysis period, and economic policy of both countries.

      •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의 실효적 지배 강화를 위한 대응전략에 관한 연구

        장영배 한국해양대학교 대학원 2018 국내석사

        RANK : 249647

        미국이 1950년 최초로 방공식별구역(ADIZ)을 설정한 이래 현재까지 약 28여 개국 에서 방공식별구역을 운영하고 있지만, 해당구역에서 국가 간 국제적인 분쟁이 발생된 사례는 없었다. 이는 관련 국가간 묵시적 합의에 의해 중첩되는 구역이 존재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국제법상 명확한 근거에 의해 설정된 구역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러나 공중에서의 구역은 해상에서와 동일하게 육지의 국경선과 같이 명확하게 그어진 선이 존재하지 않는 공간으로서 천연자원과 어족자원을 둘러싼 해양경계획정에 관한 분쟁이 일부국가 간 발생하고 있다는 점에서 공중에서도 방공식별구역을 둘러싼 국가 간의 분쟁이나 의도하지 않은 군사적 충돌이 발생할 가능성이 내재되어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중국이 지난 2013년 11월 23일 동중국해에 일방적으로 방공식별구역(ADIZ)을 선포함으로써, 동북아지역에서 해상뿐만 아니라 공중 에서도 관련 국가간의 분쟁이 격화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중국의 방공 식별구역 선포는 중국의 급부상한 경제력과 이를 바탕으로 한 군사력이 강력 해지면서 가능해 졌다. 이러한 중국의 ADIZ 선포는 일본과의 센카쿠 열도(중국명 : 댜오위다오, 대만명 : 댜오위타이) 영유권 분쟁에서 전략적으로 유리한 위치를 차지하고, 동북아지역에서 높아진 중국의 위상을 과시함으로써 영향력을 확대 하기 위한 의도로 분석된다. 특히 중국의 일방적인 방공식별구역 선포에 따라 우리 정부도 기존 한국방공식별구역 (KADIZ)에서 제외된 홍도와 마라도 남단과 이어도 상공을 KADIZ 범위에 포함 하여 확대 선포하는 등 적극적으로 대응한 바 있다. 그리고 중국이 선포한 방공 식별구역 내에는 우리와 중국과 관할권 문제로 분쟁발생 가능성이 내재되어 있는 이어도와 일본과 중국이 영유권 문제로 분쟁중인 센카꾸 열도가 포함되어 있어 한ㆍ중ㆍ일 3국간의 갈등이 예상된다. 또한 기존의 일본방공식별구역(JADIZ) 과 함께 한ㆍ중ㆍ일 3국의 방공식별구역이 중첩되면서 외교적 갈등뿐만 아니라 해당 지역에서의 군사적 충돌 가능성도 점차 높아지게 되었다. 또한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은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이자 북한과 적대적 으로 대치하고 있는 우리의 안보 현실에서 매우 중요한 요소라 할 수 있다. 그리고 그 동안 방공식별구역(ADIZ) 운용을 통해 일본, 중국, 러시아 등 주변 국가와 불필요한 충돌을 방지하는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이러한 측면을 고려 할 때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에 대해 보다 실효적인 지배를 강화하고 선제적 으로 우리의 관할권을 유지하고 강화해 나가야 한다. 그러나 현행작전을 우선시하는 軍에서 한국방공식별구역을 운용하다 보니 국내법상으로도 2009년도에 이르러 법적인 근거가 마련되는 등 다소 소극적인 대응으로 일관해 왔다. 그리고 국제법상으로 근거가 없어 이와 관련된 연구기관 이나 전문가 등도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또한 한국방공식별구역은 1951년 美 공군에 의해 설정되어 현재까지 우리 軍에 의해 관리되어 왔기 때문에 軍 내부적 으로만 방공식별구역 운용에 관한 절차가 규정화되어 있을 뿐 관련 제도의 발전과 다각적인 측면에서의 접근이 제한될 수밖에 없었다. 이러한 한계를 극복하고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에 대한 실효적인 지배 강화와 더불어 안정적 운영을 위한 대응전략을 연구할 필요성이 대두되었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문헌조사와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는 방법을 택 하였고, 참고자료는 국ㆍ내외 논문과 주요 연구기관의 간행물, 언론보도, 국내ㆍ외 학술지, 인터넷 검색자료 등 접근이 가능한 자료를 다양하게 활용하여 방공식별구역(ADIZ)에 대한 개념과 방공식별구역의 국제법적 지위와 주변국 의 방공식별구역 운영 현황 등 일반현황을 살펴보고, 중국의 방공식별구역 선포 배경과 법적 근거ㆍ문제점 등을 알아본데 이어, 이에 대한 우리 정부와 주변국 대응,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의 문제점 등 분석을 통해 향후 확장된 KADIZ의 실효적 지배를 강화하기 위한 대응전략을 연구하였는데, 대응전략으로 효율적인 KADIZ 관리를 위한 대응방안, KADIZ의 국내법적 문제 개선방안과 향후 과제, 우리의 해양권익과 연계한 KADIZ 확장방안 등을 제시하였다. 본 연구논문의 핵심인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의 실효적 지배 강화 와 안정적 운영을 위한 대응전략은 다음과 같다. 첫째,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대응방안을 강구해야 한다. 방공식별구역은 항공기의 특성을 고려하여 영공을 효과적 으로 방어하기 위한 일종의 완충구역이며, 영공방위를 위한 실질적인 사전 필수 공간이다. 그러한 측면에서 중국의 일방적인 방공식별구역(ADIZ) 획정에 대해 우리 정부가 보여준 조치는 여러제약을 안고 지내왔던 한국방공식별구역의 오랜 숙원까지 한꺼번에 해결하는 성과가 있었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한국과 중국, 일본이 중첩된 방공식별구역을 공유하게 된 것은 우발적인 군사적 충돌 등 동북아지역의 안정과 평화에 상당한 위협요소로 작용하게 될 것이다. 따라서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의 실효성 강화를 위한 외교안보측면의 전략 구비가 선행되어야 하고, 이와 더불어 확장된 KADIZ를 기준으로 중국과 일본의 방공식별구역 경계를 재조정하도록 지혜를 모아야 하며, 이에 앞서 중첩된 방공식별구역 내에서 군사적 충돌을 막고 안전한 비행을 보장할 수 있는 조속한 협의가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또한 인천 비행정보구역(FIR)內 KADIZ 확장구역에 대한 관할권을 강화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 인천 FIR內 KADIZ 관할권 강화 방안으로 A-593 항로에 대한 관제권 회복과 제주 남단 한국방공식별구역 확장구역에 훈련공역을 설정하는 방안 등이 추천된다. 아울러 중국이 서해상에 새로운 방공식별구역을 획정하더라도 우리의 방공식별구역 서쪽경계선이 절대 손상되지 않도록 군사 외교적으로 총력을 기울여야 하겠다. 또한 확장된 한국 방공식별구역을 장악하고, 우리의 권리를 정당하게 주장할 수 있도록 현재의 방공작전수행체계를 면밀히 점검하여 미비한 부분은 빠른 시간 내에 보강해야 한다. 둘째,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둘러싼 국내의 관련법령상의 미비한 요소 를 수정ㆍ보완하고 국제사회에서 방공식별구역(ADIZ) 관련 국제법 형성 논의를 적극 주도해야 한다. 한국방공식별구역을 둘러싼 관련 법령은 무엇이 문제이고 어떠한 것을 보완해야 하는지 등의 KADIZ 관련 국내법령 정비는 계속 이루어져야 하며 과연 한국방공식별구역은 어떻게 운용되고 이를 위반할 시 어떤 조치가 취하여 진다는 내용을 일반법령에 공포되어 있어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항공법 과 군용항공법규 간 정비나 적용범위에 대한 조정도 필요하다고 본다. 셋째, 장기적으로 대한민국의 해양주권과 관할권이 미치는 해양관할권역과 연계되면서 우리의 군사력 운용범위도 포함된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으로 추가 확장해야 한다. 대한민국의 해양주권과 관할권이 미치는 해양관할권역은 영해, 접속수역, 배타적경제수역(EEZ), 대륙붕 등 해상영역을 포함하고 있어 軍의 군사력 운용범위와 그 경계는 유사하다. 그러나 일본ㆍ중국의 방공식별구역(ADIZ)이 각국의 배타적경제수역 또는 대륙붕 경계와 일치하는 것과 달리 현재 우리 해ㆍ공군 항공전력의 主 작전경계선인 한국방공식별구역은 우리의 해양관할 권역의 상공에 대한 경계를 포함하고 있지 않다. 따라서 평시 한국방공식별 구역 외곽의 해양관할권역에서 해ㆍ공군 항공전력의 지속적인 해양권익보호 작전이 제한되고, 유사시 잠재적인 위협에 의한 해양 분쟁 또는 갈등시 공중전력의 신속하고 효율적인 작전대응이 보장되지 않아 국제적 안보환경에서 불리한 여건에 처하고 있는 실정이다. 즉, 주변국과의 해양 갈등ㆍ분쟁시 자국의 해양 권익보장을 위해서는 해상ㆍ공중전력의 활동 영역을 수평적으로는 자국의 해양 권익이 미치는 해역을 작전영역으로 획정하고 수직적으로는 그 상공까지 작전공역을 확보하여 유리한 국제적 안보환경과 여건 조성을 보장 해야 하다. 따라서 대한민국의 해양권익을 유지하고 보장하기 위해서는 해양주권과 관할권의 영향이 미치는 全 해양관할권 상공과 해ㆍ공군 항공전력의 군사력 운용영역을 한국 방공식별구역 범위와 일치되도록 KADIZ를 확장할 필요가 있다. 따라서 본 연구결과는 최근 급변하는 동북아지역 정세 속에서 확장된 한국 방공식별구역(KADIZ)에 대한 실효적인 지배 강화와 이어도 주변해역 관할권 보호를 위한 국가 차원의 전략과 정책 수립에 일조할 것으로 판단된다. 그러나 대다수 자료가 군사자료로 인한 보안문제로 접근 및 취급이 제한되어 연구결과 에 수록하기가 힘들었으며 군사비문이 아닌 군사자료나 국내ㆍ외 연구 논문, 간행물, 언론보도 등 시사성 있는 최신자료를 최대한 활용하였으나, 심층 깊은 문제 도출에 한계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최근 1~2년간 발표된 관련 연구 논문이 부족하다 보니 자료 최신화가 다소 부족하였고 확장된 한국방공식별 구역의 실효적 지배 강화를 위한 대응전략이라는 큰 틀에서 연구하다 보니 세부적이고 구체적인 연구가 이루어지지 못한 부분도 있다. 따라서 향후 연구는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에 대한 법적근거 마련을 위한 연구와 더불어 본 연구 에서 제시한 우리의 해양권익과 연계한 KADIZ 확장(안)의 유효화 방안과 우리 軍의 전장권역의 경계 등을 고려한 동북아지역의 해상작전공역에 대한 주변국 과의 공역관리협조방안 연구도 필요하다. 결론적으로 확장된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에 대하여 실효적 관할권을 유지 하고 강화하기 위해서는 국가 차원에서 대응해야 하며, 이는 곧 대한민국의 해양관할권 활동 보장과 영공을 수호하는 것임을 명심해야 한다. 특히 우리나라 의 안보현실은 그 어느 시기보다 국가적인 역량의 결집이 요구되고 있으며, 이를 통해서만 대한민국의 위상이 한층 높아질 것이라 판단된다. Air Defense Identification Zone(ADIZ) has been operated in about 28 countries since the United States established it in 1950. To date international conflicts over ADIZ have yet been found between the nations. This is because the zone does not encroach upon the mutual consent by the interested countries and the legitimacy has not been defined by the International Laws. However, the possibilities of accidental and unintended military conflicts in the air exist as shown in the maritime conflicts between some countries over territorial demarcation lines, which define zones for natural resources and fisheries, This indicate its ambiguous nature of delineation both in the air and the sea, unlike in the land. Meanwhile, People's Republic of China(PRC) unilaterally declared its own ADIZ in November 23, 2013, increasing the possibility of severe conflicts both in the air and the sea of Northeast Asia. The abrupt declaration was made possible because of its rapidly growing economy and subsequent development of the People's Liberation Army(PLA). China's recent behavior is due to its objectives to seize the initiatives in territorial dispute over Senkaku Islands(Diaoyu in Chinese, Diaowitai in Taiwanese) and to display its escalated status quo in Northeast Asia, while seeking hegemony in the region. In the wake of Chinese unilateral declaration, the Republic of Korea duly responded by including Hongdo and Marado area into the ADIZ, which was excluded in the previous plan. However, a new plan is expected to cause further trilateral conflicts between South Korea, China and Japan as the plan covers not only Ieodo Island, where South Korea and China claim territorial rights, but also the Senkaku Islands where Japan and China have disputes In addition to Japan Air Defense Identification Zone (JADIZ), it is expected to result in more collisions in military as well as diplomacy among the three nations as the zones becomes overlapping one another. Furthermore, KADIZ is a very critical element in our national security environment, especially since we are the only divided nation in the world and stand against North Korea. Moreover, the operation of the ADIZ prevents unnecessary conflicts with neighboring countries such as Japan, China and Russia. Considering these aspects, we need to reinforce an effective control over the expanded KADIZ and proactively maintain and strengthen the jurisdiction over troubled territory. However, the response by the Republic of Korea to ongoing challenges surrounding KADIZ has been considered passive as shown in 2009 when finished its touches in the legal system for KADIZ, which indicated the armed forces' tendencies to prioritize current operations over others. In addition, it not only lacks legal basis in International laws but also has few related research institutions and experts to develop the system. Also, since the KADIZ was established by the U.S. Air Force in 1951 and has been operated by our armed forces so far, as stipulated in the operation procedure, the scope of reinforcement and the means of development of the system have been greatly limited. Therefore, the need to discuss the way to overcome its limitations and to find an effective way to control KADIZ has been on the rise. To achieve the objectives of this research, we have reviewed the academic papers and listened to advice of the experts. In addition, multiple resources have also been referenced such as research papers both from home and abroad, periodicals from major research institute, media coverage, academic magazines and online search data to identify the concept and the current status of the ADIZ of neighboring countries. Moreover, the paper also aims to study the legal background and the strategies behind Chinese unilateral declaration of the zone, identifying the surrounding countries' response and its status quo in terms of the International laws. The research entails an analysis of the expanded KADIZ, which results in the three proposals : a plan for the efficient management of the KADIZ, a plan to tackle the obstacales in terms of domestic laws, and an expansion plan for the KADIZ to increase national maritime interest. the response strategy for effective control enhancement of the expanded KADIZ as a the focus of this thesis are as listed below : First, we need to build up a new master plan for an efficient management of the expanded KADIZ. the ADIZ is a buffer zone to effectively defend the air space of the nation based on aircraft operational features, which is the essential to national defense. In this regard, the response exerted by South Korean government against Chinese unilateral decision is deemed as an attent to loosen the long prevalent constraints. However, the overlapping of ADIZ among three nations including the Republic of Korea, China and Japan presages accidental military clashes, posing a grave threat to the peace of Northeast Asia. Therefore, zone readjustment through diplomatic efforts should be made to reinforce its extended validity and an agreement should be followed immediately in order to prevent contingent situations and gaurantee safe aircraft operations. In addition, we ought to seek a way to strengthen jurisdiction over expanded KADIZ within the Incheon FIR. The restoration of air control right of A-593 air route and setting up a training area off the Southern part of Jeju Island are recommended. Furthermore, diplomatic and military efforts should be concentrated to secure the west demarcation line of ADIZ in case of another abrupt decision made by the Chinese government. Second, deficient components on national decree surrounding KADIZ need to be revised and complemented. We need to take initiative on leading discussion on enacting international law regarding the ADIZ in international society. Arrangement on national decree regarding KADIZ, such as what are problems about decree regarding our ADIZ and what needs to be complemented, need to be carried out successively. Also, how ADIZ is operated and what kind of measures are taken when it is violated need to be declared in a general law. In that sense, arrangement between aviation law and military as well as conciliation on coverage is needed. Third, in the long­term, KADIZ need to be extended to include military operation capability and the maritime jurisdiction area where maritime sovereignty and jurisdiction reach. Maritime jurisdiction area, where maritime sovereignty and jurisdiction reach, includes maritime area such as maritime territory, contact sea area, Exclusive Economic Zone(EEZ) and continental shelf. Similar to how JADIZ and China Aerial Defense Identification Zone(CADIZ) do not correspond with each country's exclusive economic zone or continental shelf boundaries, the operation area of Korea's current naval and aerial aviation force, KADIZ does not include aerial territory of maritime jurisdiction area. Therefore, sustained operation for maritime interest protection of naval and aerial aviation force in the maritime jurisdiction area. Also, immediate and efficient operation response of the aviation force in case of maritime conflict by a potential threat is not secured, thus leaving Korea vulnerable in the international security environment. In other words, should maritime conflict/dispute with surrounding countries occur, horizontally, naval and aerial aviation force's areas of activity must be demarcated as operation areas to secure maritime interest. vertically, its area of operation in the air must also be secured to ensure advantageous international security environment and condition. Therefore, to secure South Korea's maritime interest, the military operation area of maritime jurisdiction area's aerial parameter and naval and aerial aviations force, as affected by maritime sovereignty and jurisdiction, should correspond with KADIZ. Therefore, the result of this research is likely to contribute to establishing nationwide strategy and policy to defend jurisdiction over water around Ieodo Island and strengthen effective control over KADIZ which has been expanded by the recent rapid change of circumstances in northeast Asia. However, since most of the data is restricted due to security of military materials, it was difficult to include them in the results. Although this research used as much nonconfidential military material and recent data such as essays, publications, news reports as possible, it has limitation in term of in­depth conclusion. Also, due to lack of recently published research papers, there has not been enough updated data. Conducting broad research of countermeasures for effective control over expanded KADIZ has prevented this research from being thorough and detailed. Therefore, future research must establish legal grounds about KADIZ and validate a plan of maritime interest linked with expansion of KADIZ Furthermore, there is also a need for research on cooperative measures for the control of international waters with neighboring countries, taking into account South Korea's boundaries of battleground.

      • 한·중 FTA가 철강 산업에 미치는 경제적 영향

        이승오 한국해양대학교 해양금융 물류대학원 해운항만물류학과 2018 국내석사

        RANK : 249647

        Necessity for FTA between Korea and China surfaced due to their brisk trade and geographical adjacency. After countless negotiations, Korea·China FTA was officially implemented on December 20th 2015. Which increased expectations for additional trade growth and economic effect. China emerged as a leading nation in world steel market as its crude steel production accounts over 50% in the world. Since the implementation of the FTA on steel industry, Korea has cut the tariff to zero for most of the steel products from China while China has abolished tariff on many products but not on high value added products. Thus large number of experts expected Korea·China FTA to bring positive, negative, slight affect economically. This study analyzes economical influence that Korea·China FTA brings in their steel market. Products were categorized with the guide lines offered by Korea Iron & Steel Association. Under six digit HS code, products were divided into large, medium and small categories at 8, 24 and 156 respectively. Time series of export and import economic statistics from Q1 2012 to Q4 2017 were used for Korea and Q1 2012 to Q3 2017 for China and the data were gathered from UN COMTRADE. In order to derive accurate value for export·import fluctuation rate, Trade Specialization Index (TSI), Market Comparative Advantage Index (MCA), model was modified and statistics from Korea and China were applied. Then status of products in each country was analyzed and economical influence of those products in steel market with regards to the FTA was verified. In order to derive the impact of the FTA, analysis for the large category was tested through export·import fluctuation rate, TSI and MCA. The result showed that sections, pipe & tubes, foundry had negative influence towards Korea. Economic affect from large category was obscure, thus additional analysis was tested using medium category. Analysis for medium category was tested using TSI and MCA. Result showed that wide rod, medium & heavy plate, C.R. strip, C.R hoop, hot dipped galv. sheet had positive influence while sections, tin plate, other coated sheet, pipe & tubes, foundry brought negative influence for Korea. The other 14 products had limited affect despite Korea·China FTA. Korea needs to reduce cheap and general goods import from China by technical development while fostering high value added product development. China needs to resolve over supply situation while stabilizing domestic market by modifying policy and environmental issues. In addition, for the improvement of Korea and China’s steel industry, China needs to expand export towards Korea and seek strategies by developing products and services through scrutinized domestic market research. 한국과 중국은 지리적으로 인접하고 양 국가 간의 교역이 활발함에 따라 한·중 FTA의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이러한 결과로, 수차례의 협상결과 한국과 중국은 2015년 12월20일 한·중 FTA가 정식적으로 발효됨으로써 양 국가 간의 교역이 더욱 더 활발해지고 경제적인 효과의 증대를 기대하고 있다. 중국의 철강 산업은 세계 50%이상의 조강 생산량을 기록하며, 세계 철강 산업의 주요국가로 급부상하였다. 철강 산업에 있어서 한·중 FTA로 인하여 양 국가 간의 관세 철폐율을 확인한 결과 한국은 대부분이 무관세이며, 중국은 많은 품목에 대해서 관세철폐를 하였으나 고부가가치제품에 대해서는 양허제외 품목으로 협상되어 한·중 FTA로 인한 경제적 영향은 긍정, 부정, 미미 할 것으로 분석한 전문가들이 많았다. 본 논문에서는 한·중 FTA로 인하여 양 국가 간의 철강 산업에 미치는 경제적 영향을 분석하고자 한다. 분류방법은 한국철강협회에서 제공된 철강 지정 통계 지침서에 따라 HS코드를 6단위까지 분류하여 156개의 소분류를 중분류 24 품목, 대분류 8품목으로 분류하고, 수출과 수입의 통계 금액은 UN COMTRADE에서 제공되는 자료를 바탕으로 하여 분석적용기간은 2012년 1분기부터 한국은 2017년 4분기까지, 중국은 2017년 3분기까지를 적용하여 분석을 하였다. 분석방법은 첫째, 수출입 변동률, 둘째, TSI(무역특화지수), 셋째, MCA(시장비교우위지수)값을 정확하게 분석하기 위하여 수식을 변형하여 한국과 중국의 통계자료를 적용하고 각 국의 시장에서 제품의 현황을 분석함으로써 국가 간에 각 해당 품목이 FTA로 인한 철강 산업에 미치는 경제적 영향을 확인 하였다. 대분류로 수출입변동률, TSI, MCA를 통한 한·중 FTA의 분석결과 형강류, 강관, 주철류는 한국에 부정적인 결과를 나타낸 것으로 확인되었다. 대분류를 통한 경제적 효과가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아 중분류를 통하여 자세한 분석을 실시하였다. 중분류에 따른 분석결과는 TSI, MCA를 통하여 분석하였다. 결과를 종합해보면, 한·중 FTA로 인하여 5 품목에서는 (선재, 중후판, 냉연광폭강대, 냉연협폭강대, 용융아연도강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 되었으며, 5 품목은 (형강, 석도강판, 기타도금강판, 강관 및 주철류) 한·중 FTA로 인하여 한국의 입장에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그 외 14 품목은 한·중 FTA로 인하여 크게 반응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하였다. 한국에서는 중국의 저가제품 및 범용제품에 대해서 수입되는 품목에 한하여 기술개발을 통하여 중국으로부터의 수입을 줄이고 고부가가치 제품에 중점을 두어 기술개발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다. 중국에서는 공급과잉 현상을 해소하고 환경문제와 중국의 국가 정책방향의 변화로 인하여 내수시장의 안정화와 한국과 중국의 철강 산업 발전을 위해서 한국과의 수출시장 비중을 늘리고 중국 현지 시장조사를 통하여 상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는 등 전략을 모색해야 할 것이다.

      • 東北亞海域에서의 海洋境界劃定에 관한 硏究

        박대화 韓國海洋大學校 大學院 2015 국내석사

        RANK : 249647

        Those countries located in the Northeast Asian sea have not agreed to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and tried to set it saying their own claims. As the law of the sea develops, the principle of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has changed from natural extension to distance and as the development of science, related countries become able to calculate the reserves through researches. Also, those countries located in the Northeast Asian sea are trying to keep their national security based on stronger military power from a rapid economical growth. Like this,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is necessary through peaceful negotiations for the peace of the Northeast Asian sea as their concerns are getting complex on the sea as time goes. For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there are two solutions; the first one is to solve through the machinery of law and the second one is to solve through conversation of related countries. Solving through the machinery of law is an extreme measure chosen when it cannot be solved through conversation and the agreement is to make the security and boundaries agreement through efforts of accomplishing their own demands. Those countries located in the Northeast Asian sea area have negotiated for a long time by many people on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and their results have been showed in the Joint Continental Shelf Agreement and the Fisheries Agreement. If any country tries to make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ignoring agreements made by long time negotiations as in the above, it could cause more severe disputes as all the problems that each country claims will show up to the surface eventually. In leading cases of the machinery of law, they respected past agreements made by related countries and made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In cases of both countries' agreements, they respected the existing agreements and decided the boundary by choosing the middle line that each country claimed. Most of all, the boundary agreement through agreements of both countries considered related countries' benefits fairly as much as possible. Thus, the maritime security and boundaries agreement that countries around the Northeast Asian sea area should be made by a peaceful way and should be based on the agreement made by a long time negotiations. As the conclusion, surrounding countries of the Northeast Asian sea should made the boundaries agreement for the sea that each country does not agree and the method should follow the recent trend of according to the agreement made by the decision of the International Court of Justice.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