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 KCI등재

            새로운 동물계통

            Kim,,Chang-Bae,Kim,,Won 한국동물분류학회 2001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17 No.2

            전통적인 동물의 계통수는 초기발생 형질들에 기초하여 몸 구조의 복잡성에 따라 동물문들을 단순한 동물에서 복잡한 동물 순으로 점진적으로 배열하는 것인데 현재 활발히 연구되는 분자계통 연구들이 이 경향을 재평가하고 새로운 계통과 의미를 제시하고 있다. 주로 18S rRNA 에 의한 분자계통에 의하면 무체강동물과 의체강동물과 같이 진체강동물로의 전이단계에 위치했던 무리들이 서로 나뉘어진 진체강동물 안에 속하게 된다. 이러한 새로운 분자계통은 좌우대칭동물의 공동조사에 대한 새로운 가정들을 세울 수 있는 뼈대와 비교발생학 및 비교유전체학 정보가 해석될 수 있는 토대를 제공한다. Animal phyla in the traditional animal phylogeny were organized into an order of increasing body plan complexity, which was based on the similarities in early embryonic stages. Molecular phylogeny mainly by 18S rRNA data provides recently re-evaluation of the traditional evolutionary scenario. The current molecular-based view of animal relationships strongly suggest the burst of two groups regraded as intermediate grades of body complexity in the traditional concept and displacement of them into higher positions in the tree. The new animal tree provides a framework within new picture of bilaterian ancestor could be drawn, and comparative developmental and genomic data to be interpreted.

          • KCI등재

            한국 담수산 물벼룩류에 대한 검색표

            김일회 한국동물분류학회 1988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spec2 No.-

            한국산 담수 물벼룩류는 지금까지 41종이 기록되어있고 분류학적인 연구는 매우 미흡하다. 따라서 재료 동정을 용이하게 할 수 있는 자료가 없는 실정인데 저자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검색표를 만들었다. 본 검색표에는 한국 담수산 물벼룩류 53종이 수록되어 있는데 저자가 직접 관찰한 종은 11종의 한국내 미기록종을 포함하여 42종으로서, 재료는 1978년 부터 1986년 사이에 한국 전역에서 채집된 것들이다. 저자가 관찰하지 못한 11종을 제외한 42종은 모두 특정적인 부위를 그림으로 묘사했다. 41 species of Korean freshwater Cladocera have been recorded up to now, but very few taxonomic works on this animal group have been carried out . As there is shortage the references useful to identifiy the Korean materials, the present key is made to fill it up. This key comprises 53 Korean species, of which 42 including 11 new records in Korea have been collected from Korean from 1978 to 1986. 42 species, except 11 species that could not be examined by the author , are all figured on the basis of their morphological characters.

          • KCI등재

            A New Record of Smittinid Bryozoa (Gymnolaemata, Cheilostomata) from Manjae Island, Korea

            Seo,,Ji-Eun 한국동물분류학회 2002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18 No.1

            One of bryozoans collected from the subtidal zone of Manjae Island on Aug. 23, 1988 was identified. Parasmittina delicatula (Busk, 1884) turned out to be new to the Korean fauna. Therefore, twelve bryozoan species are reported from Manjae Island so far. Ten species including the present one among them were recorded only from the Pacific Ocean. They consisted of four tropical, three cold temperate and four endemic species to Korea and Japan. It is quite probable that Manjae Island, which is influenced by both warm and cold water currents, seems to be unique and significant area in terms of marine zoogeography. 남해의 서쪽 끝에 위치한 만재도의 조하대로부터 1988년 8월 23일에 채집된 태형동물을 분류한 결과 고운입이끼벌레 (Parasmittina delicatula)가 한국미 기록종으로 밝혀졌다. 만재도에서 보고된 12종 중 10종은 오직 태평양에서만 밝혀진 종들로서 4종은 열대종, 3종은 한류의 영향을 받는 곳에서도 보고되는 종이고 4종은 한국과 일본에서만 밝혀진 고유종이다. 만재도는 대마난류와 서해연안냉수의 영향을 모두 받는 동물지리학적으로 독특하며 중요한 지점으로 여겨진다.

          • KCI등재

            Sequence Diversity of Mitochondrial Cytochrome b Gene in Grey Goral Naemorhedus caudatus(Artiodactyla, Bovidae) from Korea

            Koh,,Hung-Sun,Yang,,Byong-Guk,Lee,,Bae-Kun,Lee,,Jong-Hyong 한국동물분류학회 2002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18 No.1

            한국의 산양 (Naemorhedus caudatus)의 유전정보를 종보전에 활용하기 위하여, 한국의 2개 장소에서 채집한 6마리의 미토콘드리아 cytochrome b 유전자 염기서열(606 bp)의 양상을 조사하였다 상응하는 중국의 산양의 염기서열은 GenBank에서 얻어서 이용하였다. 한국의 산양의 4개 haplotype의 각각과 중국의 산양의 한 haplotype간의 nucleotide Tamura-Nei 거리는 0.0650부터 0.0803 가지의 변이를 보였으며, 산양은 소과 내에서 높은 수준의 염기서열 다양성을 나타냈다 한국의 산양에서, 양구표본의 3개 haplotype간의 거리는 0.0151부터 0.0185로, 양구집단의 유전자 다양성이 낮은 수준으로 감소되었음을 보여준다. 또한 양구의 3개 haplotype의 각각과 삼척의 한 haplotype간의 거리는 0.0343에서 0.0479였다. 지리적 거리의 멀어짐에 따르는 유전자 거리의 증가가 서식처 단절에 의해 야기되었다고 판단됨으로, 한국의 산양의 유전자 다양성의 감소를 막기 위한 여러 가지 보전 대책이 즉각적으로 수행되어야 할 것이다 산양의 분류학적 검토를 위하여 GenBank에 있는 히말라야산양 (N. goral)의 염기서열 (276 bp)도 이용하였으며, 산양은 히말라야산양과 뚜렷한 차이가 없었다. 산양과 히말라야 산양은 동종으로 판단할 수가 있지만, 두 종의 보다 많은 표본을 이용한 후속 연구가 필요하다 To add genetic information to the conservation efforts on grey coral (Naemorhedus caudatus) in Korea, we investigated the pattern of mitochondrial cytochrome b gene sequence (606 bp) of six specimens from two localities in Korea. The corresponding sequences of N. caudatus in China obtained from GenBank were also used. The nucleotide Tamura-Nei distances between each of four haplotypes of N. caudatus in Korea and the haplotype of N. caudatus in China varied from 0.0650 to 0.0803: N. caudatus revealed high level of sequence diversity in Bovidae. In N. caudatus in Korea, the distances among three haplotypes at Yanggu were 0.0151 to 0.0185, and it suggests that the genetic diversity of Yanggu population was decreased in low level. Moreover, the distances between each of three haplotypes at Yanggu and one haplotype at Samcheok were 0.0343 to 0.0489. It indicates that habitat isolation caused the continuous increase of genetic distance with geographic distance in N. caudatus, and various conservation plans for mitigating the loss of genetic diversity in Korea have to be in immediate action. To clarify the taxonomic status of N. caudatus, the sequence (276 bp) of N. goral available from GenBank were also utilized, and n goral was not distinct from N. caudatus. It suggests that they may be conspecific, but further analyses with additional specimens of two species are necessary.

          • KCI등재

            한국 해산 원시복족목(연체동물문.복족강)의 분류 및 분포

            최병래,김훈수 한국동물분류학회 1988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spec2 No.-

            저자들은 1979년 7월부터 1988년 5월까지 전국 해안 60개 지점에서 채집한 해산 원시복족류를 동정 분류하고 과거의 문헌들을 종합정리하여 한국산 원시복족류의 분포를 조사하였다. 지금까지 한국 해산 원시복족류는 52종 8아종이 보고 되었으며 저자들이 한국 미기록 9종을 추가하여 총 4아목, 5상과, 10과, 61종, 8아종이 되었으며 한국미기록 9종의 목록은 다음과 같다. Diodora sieboldii (Reeve), Montfortula pulchra A. Adams, Collisella langfordi Habe, Notoacmea gloriosa Habe, Mesoclanculus ater (Pilsbry), Cantharidus hiraesei (Pilsbry), Cuildfordia triumphans (Philippi), Tristichotrochus aculeatus (Sowerby). Homalopoma sangarense(Schrenck). 저자는 각 종에 대한 Synonym등 학명을 정리하고 종 및 상위 분류군에 대한 검색표를 작성하였으며 미기록종에 대한 기재를 하였다. The present study on the classified and distribution of Korean marine archeogastropods is mainly based on the materials which were collected by the authors from July, 1979 to August, 1988 to 60 localities in the south Korean continental shelf. In addition to the 52 species and 8 subspecies of archeogastropods that have been reported from Korean waters, 9 species are found to be new to the fauna of Korea ; Diodora sieboldii (Reeve), Montfortula pulchra A. Adams, Colisella langfordi Habe, Notoacmea gloriosa Habe, Mesoclanculus ater (Pilsbry) , Cantharidus hirasei (Pilsbry), Guildfordia triumphans (Pilsbry), Tristichotrochus aculeatus (Sowerby), Homalopoma sangarense(Schrenck). The Korean marine archeogatropod fauna comprises 4 suborders, 5 superfamilies 10 families , 61 species and 8 subspecies. The authors listed the scienfic name of the korean archeogastropods in correct and described the unrcorded species from korea with keys to species and families.

          • KCI등재

            동문동물 1신종, 표창자라목벌레 (Echinoderes lanceolatus)의 기재(동문동물문, 원통자라목벌레목, 가시자라목벌레과)

            Chang,,Cheon-Young,Song,,Young-Hee 한국동물분류학회 2002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18 No.2

            A new kinorhynch species belonging to the genus Echinoderes is described on the basis of the materials from the subtidal sediments and various macroalgae in the south and east coast of Korea. Echinoderes lanceolatus n. sp. is characteristic in having the subcuticular scars in subventral position on segment 3 and incomplete midventral articulation on segment 4, the middorsal spines a little shorter than the corresponding segments, the ‘brace-shaped'muscle scars at sternal plates of segments 9 and 10 in females, the flat posterior margin of terminal ventral plates and the lanceolate terminal tergal extension. 한국의 동해안과 남해안에서 채집한 동문동물 1신종(Echinoderes lanceolatus)을 기재한다. 표본은 조하대의 저질과 해조류를 플랑크톤 넷트에 걸러 채집하였다. 이 종은 제3마디 흉판 중앙부 양측의 커다란 각흔(殼痕) 제4마디 흉판의 희미한 중앙연접 자국. 각각 해당 몸통 마디보다 약간 짧은 제6-10정중등가시. 암컷 제9-10마디 흉판의 중괄호형 근흔(筋痕), 마지막 복판의 뒷가장자리가 곧은점, 그리고 표창처럼 날카롭고 긴 제13마디의 등돌기가 특징이다.

          • KCI등재

            외국산 따개비류의 한국내 침입

            김일희 한국동물분류학회 1992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8 No.2

            Three species of foreign barnacles were found to invade into Korean interitidal seashores: Balanus amphitrite, B. ebumeus and B. improvisus. The southeastern coast of Korea, near Pusan, is the area where all the specimens of three species were discovered and the populations of these species were well establishe. B. amphitrite is the earliest invader(probably invaded around early 1970's) and most widely distributed in Korea. It is now distributed all around Korea, except the Yellow Sea coast, north of Mokpo. B. improvisus has been successful to expand its reange to the northern part of Korean coast of the East Sea, whereas B. eburneus is restricted to the southeastern coast. B. amphitrite is successfully competing with the native barnacle, B. albicostatus, and in several areas where the mixed populations of the two species occur, the latter species is found to excluded. The Yellow Sea coast has not been invaded by the foreign barnacles, the reason of which is not known. 3종의 외국산 따개비가 한국의 조간대 해역에 침입한 것이 발견되었는데 이들은 Balanus amphitrite, B. eburneus 및 B. improvisus이다. 한국내에서 이 3종이 모두 발견되고 개체군이 가장 발달된 곳은 동남부 해역, 즉 부산 부근이다. B. amphitrite는 1970년도 초에 가장 먼저 한국에 침입한 것으로 추측되며 가장 널리 분포해 있으나 목포 이북의 서해에는 아직 침입해 있지 않은 상태이다. B. improvisus는 동해의 복쪽까지 확산해 있으나 B. eburneus는 동남부 해역에 국한되어 있다. B. amphitrite는 재래종인 B. albicostatus와 경쟁을 하고 있는데 이 두 종이 혼생하고 있는 여러 지역에서 후자의 재래종이 배타되고 있는 실정이다. 서해는 아직 외래 따개비의 침입을 받고 있지 않은데 그 이유는 현재 모르고 있다.

          • KCI등재

            Taxonomy on Freshwater Canthocamptid Harpacticoids from Korea III. Genera Mesochra and Elaphoidella

            Lee,,Ji-Min,Chang,,Cheon-Young 한국동물분류학회 2003 Animal Systematics, Evolution and Diversity Vol.19 No.2

            한국 담수산 딱정장수노벌레과(Canthocamptidae)의 요각류에 대한 분류학적 연구의 일환으로, 큰뿔장수노벌레속 2종(Mesochra alaskana, M. suifunensis) 과 사슴노벌레속 3종(Elaphoidella grandidieri, E. bidens, E. superpedalis)을 보고한다. 이들은 모두 한국에서는 처음으로 보고되는 종이다. 현재까지 한국에서 기록된 큰뿔장수노벌레속과 사슴노벌레속의 종 검색표를 작성하였다. Genera Mesochra and Elaphoidella have been studied as one of the serial studies on the taxonomy of the family Canthocamptidae in South Korea. As a result of it, two species of Mesochra and three species of Elapholidella are added to Korean fauna: M. alaskana Wilson, M. suifunensis Borutskii, E. grandidieri (Guerne and Richard), E. bidens (Schmeil) and E. superpedalis Shen and Tai. A key to the species of the genera Mesochra and Elaphoidella known from Korea is prepare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