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한국 고등학교 교과서 중심으로 본 인구교육의 분석

              김경란,조혜종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1997 교육연구 Vol.21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연구에 관한 두 가지 상반된 논리-Cornucopianism과 Malthusianism-를 논의하고, 연구 성장 속도와 환경문제의 사례를 통하여 Malthusianism을 지지함으로써 인구연구의 필연성을 강조하고자 한다. 이와 함께 고둥학교 교과서에 반영된 인구교육방향을 교육 과정별로 분석함으로써 인구에 대한 학교교육의 흐름을 밝히고자 한다. 1962년부터 시작된 가족계획을 효시로 제 1차 인구교육(1974~1977),제 2차 인구교육 (1977~1985)기간을 거치는 과정에서 초 · 중등학교 교사와 학생들의 지식과 태도에 관 한 연구, 학습환경이 인구교육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인구교육 자료개발과 연구결과의 보급 · 확산과 병행하여 교과서의 인구교욱도 과정별로 잘 반영되고 있다. 교과서 에서 차지하는 인구교육내용의 비중이 가장 높은 때는 제 3차 교육과정(1974~ 1981)의 국토지리’ 12.0%, ‘인문지리’ 10.3%로서 2차 교육과정에 비해 무려 3배 이상 증가함으로써 실제 한국의 인구안정에 크게 기여하였다. 인구 내용별 비중을 보면 3차 교육과정 이후 인구이동과 인구성장에 따른 인구문제가 두드러진다. 또한 인구내용 그 자체를 보 면 산업발달과 도시인구 중가에 국한된 1차 교육과정(1955~ 1963)에 비해서 2차 교육과정(1963~ 1973)에서는 인구의 분포 · 중가 · 구조 · 문제 둥 고르게 갖추었고 3차 과정에 서 인구이동이 추가되면서 내용상의 체계가 완성되었다, 6차에서 인구문제 중노인문제를 다론 것은 경제성장과 그에 따른 사회문제 또는 인구재분포와 관련해서 시대상황을 잘 반영한 것이다. 한편, 계획적이고 일관된 성교육프로그램이 결여된 것은 아쉽다. 비교적 안정된 인구상태로 말미암아 인구변화에 대한 관심이 예전 같지 않는 최근 상태는 주의를 요한다. 성구조와 인구재중가의 새로운 인구문제에 봉착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 교육적 가능성 실현을 위한 메타교육 탐색

              이시영,이용남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04 교육연구 Vol.27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국내외 역량기반 교육과정 사례 분석 및 시사점

              이효성(Hyo Soung Lee),이용환(Young Hwan Lee)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11 교육연구 Vol.34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이 연구의 목적은 국내외 역량기반 교육과정 운영 사례를 분석하고 교육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시사점을 탐색하는데 있다. 연구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역량의 의미와 특성에 대해 살펴보았고, 호주, 뉴질랜드, 캐나다 등과 같은 해외 국가와 우리나라의 기업, 정부 기관, 대학 등의 역량기반 교육과정 운영 사례에 대해 각각 살펴보았다. 연구 결과, 시사점은 다음과 같다. 첫째, 해외에서 진행된 교육개혁과 국내에서 운영된 역량기반 교육과정은 모두 기존 교육과정 또는 교육시스템의 대안적 성격을 지니고 있었다. 둘째, 사용되고 있는 역량 개념에 관한 요소 및 내용에 있어 통일된 합의점을 도출하기가 쉽지 않았다. 셋째, 새롭게 개발되어 교육현장에서 사용되고 있는 역량기반 교육과정은 실제성을 추구하고 있었다. 넷째, 역량기반 교육과정을 개발하여 적용할 때는 유연성을 필요로 하고 있었다. 이 연구는 역량개념을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교육과정을 개발하여 적용하거나 정책을 수립하여 실행할 때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s of this study are to analyze the competency based curricula in Korea and other countries and to seek their implications for educational practice. To achieve the purposes of this study, the paper examined the concepts and features of competency and researched the applications of competency based curricula in the enterprises, government organizations and universities in foreign countries such as Australia, New Zealand, Canada as well as Korea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both the education reform progressing in foreign countries and the competency based curricula operating in Korea purport to be alternatives to the present educational systems and curricula. Second, it was difficult to find out the agreed elements and contents of the concept of competency. Third, competency based curriculum which is newly developed and used in the field of education is practice-oriented. Fourth, flexibility was required when competency based curriculum was developed and applied. This study expects to provide some substantial implications for the development of a new curriculum and a new educational policy.

            • 국가 교육과정 개정의 흐름과 교사의 자율성

              김진욱(Jinoak Kim),이용환(Yonghwan Lee)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15 교육연구 Vol.3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이 글에서는 최근 발표된 2015개정교육과정 논의와 관련하여 교육과정 분권화 논의에 대한 두 가지 관점, 즉 거시적 관점과 교사 중심의 관점을 각각 살펴보고, 교사 중심의 분권화 가능성을 역량중심 교육과정과 성취평가제를 통해 드러내보고자 하였다. 첫 번째로 교육과정 분권화와 관련된 두 가지 관점을 살펴보기 위해 먼저, 박순경(2003)과 홍후조(2002)의 연구 문헌을 개략적으로 소개한 후, 교사 자율성과 전문성 신장을 위한 분권화란 결국 절차 중심의 기술적 합리성에 입각해 보는 시각에서 벗어남으로써 가능함을 밝혔다. 뒤이어 두 번째로 그 대안으로서 제시된 또 다른 관점, 즉 해석적・비판적 관점의 내용을 살피기 위해 조덕주(2002)의 연구 내용을 살펴보았다. 조덕주의 논의를 통해 국가중심 교육과정의 대강화를 통한 교사 중심의 분권화에 대해 살펴보고, 이를 위해 새로운 교사관의 필요성과 전문성을 어떻게 볼 것인지에 대해 탐색하였다. 세 번째로, 2015 교육과정개정에서 본격적으로 드러난 역량중심 교육과정의 배경과 함께 DeSeCo 보고서에서 밝히는 역량의 개념과 그 연장선상에서 지식에 대한 관점의 변화의 필요성을 함께 논의했다. 마지막으로는, 교육과정이 가르칠 내용에 대한 것이라면 이를 어떻게 평가할 것인가에 대한 논의가 갖는 중요성을 성취평가제와 역량중심 교육과정 사이의 관계를 통해 논의하고자 했다. 특히, 학교교육의 질적 변화를 담보하기 위한 조처가 교육과정에만 머물러선 안 되며 평가체제와 더불어 취해져야한다는데 까지 논의가 이뤄졌다. 마지막 결론으로 첫째, 각 교과교육과정에서 역량에 대한 논의의 필요성을 제기하였다. 둘째, 교과교육과정에서 밝히는 핵심성취기준에 대한 보다 강력한 수준의 대강화의 필요성을 제시하였다. 마지막으로 성취기준평가와 관련한 현행 학교 평가체제에 대한 비판적 논의가 필요함을 언급하였다. This study tried to investigate the two different perspectives on the decentralization debate on curriculum authority in relation with the 2015 National Curriculum Revision recently proclaimed in Korea; the one is wholistic approach and the other is teacher-centered approach. Besides, I also examined if it would be possible to bring the teacher-centered decentralization of curriculum authority through standards-based assessment and competency-based curriculum. First of all, in order to figure out the two perspectives, I examined the professor Park’s(2003) and Hong’s(2002) articles to show the first perspective briefly, and then could draw a suggestion that the teacher-centered decentralization of curriculum authority can be possible by getting out of the perspective based on step-by-step based rationality. For the next step, I examined the professor Jo’s(2002) article to go through with the other perspective that is based on the analytical and critical viewpoint. From his argument, the teacher-centered decentralization of curriculum authority can be understood that it could be possible through simplifying the national curriculum. Additionally, I inquired how to see the necessity of brand-new perspective on teacher and teacher’s specialty. For the third, I tried to discover the concept of competency from the DeSeCo final report and the necessity of change for the perspective on knowledge, along with the competency-based curriculum in Korea as a background. The final point is about importance of argument on how to assess those essential competencies, so I tried to argue the importance based on the relations with the standards-based assessment and the competency-based curriculum. As a result, I suggest that the most crucial purpose is on the education quality enhancement and to achieve the goal the teacher-centered decentralization of curriculum authority will play such an important role through competency-based curriculum revision and the standards-based assessment.

            • 박정희 정권의 비정규교육 정책 연구 : 재건학교, 새마을청소년학교, 산업체 부설학교 를 중심으로

              송행희(Haeng Hee Song)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09 교육연구 Vol.32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평생교육적 관점에서 박정희 정권이 비정규교육 정책을 실시한 배경과 정책실현 과정을 정치경제학적 관점에서 탐색하였다. ``1960년대의 재건학교, 1970년대 새마을청소년학교와 산업체부설학교``를 중심으로 한국 교육시장과 사회의 변화에 미친 영향을 분석하였다. 주요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박정희정권은 정치적으로 정권의 합목적성과 안정적 유지를 위해 지속적으로 비정규교육에 대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시행했다. 박정희정권 시기에는 비정규교육을 필요로 하는 수많은 소비자-농어촌과 도시빈민-가 존재했고, 비정규교육 정책은 그들의 교육에 대한 욕구를 해소했으며, 사회계층 이동의 통로가 되었다. 기업도 노동력의 안정적인 수급과 통제를 위해 비정규교육 정책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국가주도 비정규교육 정책과 기업의 동참, 광범위한 기층민중의 참여는 비정규 교육시장을 확대했고 비정규교육 시장의 확대는 전체 교육시장의 양적 팽창과 사회 변화의 원인이 되었다. 또한 비정규교육에 참가한 이들은 이후 노동운동과 시민운동의 기반 세력이 되기도 했다. From the view point of political economy, this paper inspects the formation and the realization of the non-formal education policy that the Park Jung Hee government (1963~1979) implemented as lifelong education. The analysis of non-formal education policy for its impact on the society and education market is focused on ``Jaegun (Reconstruction) Schools from 1960`s, Samaeul (New Village) Schools and industry-affiliated schools in the1970`s``. The finding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Park`s regime pushed forward the non-formal education policy in order to maintain its political stance. During Park`s regime, numerous people in rural areas and city slums desperately needed non-formal education, which, in return, met their needs for education and provided them with a gateway to a higher social class. Businesses actively participated in the non-formal education policy in order to secure and maintain a certain number of employees. The non-formal education policy initiated by the government with the support of industry, and wide participation of the lower class expanded the size of the non-formal education market, and led to change in society as well as quality change in the entire education market. People who participated in non-formal education laid the foundation for labor unions and civil campaigns.

            • 수학적 지식의 점유와 교육어의 기능적 원리

              류영룡(Young Ryong Ryu),이용남(Yong Nam Lee)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11 교육연구 Vol.34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수학적 지식의 역사적 발생 맥락은 풍부한 구조에서 빈약한 구조, 작은 구조에서 큰 구조로 진행된다. 수학적 구조를 적용하는 것이 상구자의 지식의 구성적 활동을 저해하는 한 큰 구조를 적용하여 작은 구조를 구성하려는 시도는 지양되어야 한다. 수학적 지식의 점유 과정에서 수학적 지식의 구성 요소인 언어소통이나 언어는 교육 당사자 간의 상호작용을 통한 지시기능과 개인 스스로의 작용에 의한 상징기능을 수행한다. 수학적 지식은 그 정당화의 언어수준과 상호작용 대상에 따라 점유 양상을 달리 한다. 언어는 교육활동을 조율하고 촉진하거나 지식의 점유 양상 가운데 언어 이면에 있는 사고를 들추어내어 수학적 지식을 재발명하는 것으로, 공적·사적 지식과 교육 당사자를 매개하는 도구이고 수학적 지식의 개인적 변형도구일 뿐만이 아니라 심리적 도구로서 교육적 환경의 요소이다. 상구활동과 하화활동에서 사용된 언어를 교육어라고 할 때, 그 것은 하나의 교과 지식이나 교사가 지니는 학문적 지식이 아닌 교육적 지식으로 간주되어 연구되고 습득되어야 할 것이다. 이 연구는 교육어의 개발과 추출을 위한 연구의 선행연구로서 수학적 지식의 점유를 위한 교육어를 교육활동의 변형적 활동어로 보고 그 기능적 측면에서 새로운 교육어의 개발과 탐색을 위한 교육어의 범주를 상정하였고 교육어의 기능적 원리를 제시하였다. History shows that occurrence context of mathematical knowledge progresses from abundant structure to meager structure and from small structure to big structure. As long as an applying mathematical structure hinders ascending educator`s constructive activity of knowledge, an attempt to compose a small structure by applying big structure must be sublated. In appropriating process of mathematical knowledge, communication or language which is a constitutional factor of mathematical knowledge accomplishes the indicative function which is caused by the interaction of human being who participates in the process of education and the symbolic function which is caused by the interaction of a personal activity. Mathematical knowledge has different appropriating patterns according to the language level of justifying and each other`s activities. Language has the function which coordinates and promotes educational activities. It finds out thinking which is hidden behind the language that makes the reinvention of mathematical knowledge, Therefore it is a instrument which mediates between public·private knowledge and ascending·descending educators. It is not only a personal transformative instrument in appropriating process of mathematical knowledge but also a psychological instrument as element of educational environment. The language which is used in ascending activities and descending activities is called educational language by Sangho Chang. It is not regarded as the teacher`s scholastic knowledge but the educational knowledge, and should be learned and educated. This paper is a preceding research for development and inquiry of new educational language and regards educational language for appropriating mathematical knowledge as a transformative activity language. And so it proposes ``educational language`s category`` and ``the functional principle of new educational language for appropriating mathematical knowledge``.

            • 국내 초.중등 이러닝 제도.정책 개선 방향 및 과제

              손찬희(Chanhee Son)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20 교육연구 Vol.42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사상 처음 온라인 개학 으로 학교 교육과정이 운영되고 있다. 온라인 개학으로 인해 그 동안 당연하게 여겨졌던 물리적인 등교 가 불가능한 상황을 맞이하게 된 것이다. 코로나 19 상황이 조기에 호전되었다면 온라인 개학은 단기적인 해프닝 정도로 우리의 기억 속에 남았을 것이다. 하지만 현재 감염증 상황이 기대와는 달리 지속됨으로써 단순한 해프닝 정도가 아니라 학교 교육을 전반적으로 되돌아보고 앞으로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진지한 고민거리가 되고 있다. 학교 교육에서 이러닝은 학교 교육의 보완재 로서 그 역할을 해오고 있는데, 코로나 19 상황으로 인해 그저 보완재 로서 이러닝을 바라보는 것에서 나아가 학교 교육의 일부로서 이러닝을 바라보고, 그러한 역할에 맞는 기반을 갖추는 것이 중요한 시점이다. 이에 본 연구는 초・중등교육 차원의 이러닝의 현안을 살펴보고 학교 교육을 혁신하기 위한 하나의 기제로서 이러닝을 개선하기 위한 과제를 제안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우선 이러닝 관련 법・제도 현황과 이러닝 관련 정부부처 기본 정책을 분석하였고, 초・중등교육 차원의 이러닝 실행 측면의 이슈와 현안을 도출한 후, 이를 해결하고 개선하기 위한 방향 및 과제를 제안하였다. With the spread of Corona 19, the school curriculum is being operated for the first time in history as opening online . Because of the online school opening, the physical ‘going to school that has been taken for granted is now impossible. If the Corona 19 situation had improved early, the online school opening would have remained in our memory as a short-term happening. However, as the current infectious disease situation persists contrary to expectations, it is not just an incident, but a serious concern about what direction to go forward by looking back at school education in general. In school education, e-learning has been playing a role as a supplemental material to school education. Due to the Corona 19 situation, e-learning is being considered not just a supplemental material , but as an important part of school education. Thus, it is an important point to have the basis for that role. Along this line, this study examines the pending issues of e-learning at the level of elementary and secondary education, and proposes tasks to improve e-learning as a mechanism to innovate school education. To this end, first, the status of e-learning related laws and systems and policies of the government were analyzed, pending issues in the aspect of e-learning implementation at the level of elementary and secondary education were identified, and then directions and tasks to resolve and improve them were proposed.

            • 교육과정에 무엇이 들어가야 하는가?

              연구원자료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2010 교육연구 Vol.33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현대(現代) 작문교육(作文敎育)의 의의(意義)

              김희수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1981 교육연구 Vol.7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학교교육(學校敎育)의 수동성(受動性)과 자율성(自律性)에 의한 제시각(諸視角)의 유형화(類型化)

              김병욱(Byoung Uk Kim) 전남대학교 교육문제연구소 1983 교육연구 Vol.9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