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한국과 핀란드의 지식서비스산업 비교 분석

        임응순,유승훈,정군오 한국산업경제학회 2008 산업경제연구 Vol.21 No.3

        전 세계적으로 산업구조는 제조업 중심에서 서비스업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으며, 서비스업의 무게중심도 지식서비스업으로 변모되어 가고 있다. 핀란드는 유럽에 속해있는 국가로서 소위 경제소국이지만 정보통신분야와 지식서비스산업분야에서는 경제대국이라 할 수 있다. 또한 한국에서도 지식서비스산업에 대한 관심이 커져가고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산업연관분석을 통하여 한국과 핀란드 지식서비스산업의 국민경제적 파급효과를 비교해 보고자 한다. 먼저 수요유도형 모형을 이용하여 생산유발효과, 부가가치 유발효과를 살펴 볼 것이며, 공급유도형 모형 및 레온티에프 가격모형을 적용하여 지식서비스산업의 공급지장효과와 물가파급효과에 대하여 한국과 핀란드를 비교 분석한다. 이러한 분석은 지식서비스산업을 내생부문이 아닌 외생부문으로 다룸으로써 지식서비스산업을 중심으로 이루어지게 된다. 분석결과 지식서비스산업에서의 1원 생산이 타 산업에 유발하는 생산유발효과는 한국 0.2731원, 핀란드 0.3493원이었으며, 타 산업에 유발하는 부가가치 유발효과는 한국 0.1410원, 핀란드 0.2086원이었다. 수요유도형 모형을 이용한 결과는 핀란드가 한국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지식서비스산업의 공급지장효과는 한국 0.6713원, 핀란드 0.7228원이었으며, 지식서비스산업의 10% 가격인상으로 인한 물가파급효과는 한국 0.1190%, 핀란드 0.2302%로 핀란드가 높게 나타났다. The industrial structure changed into service industry from manufacturing industry and has been changing into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based on knowledge world widely. Finland is an economically minor country but core country in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Moreover the interest in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is now growing. This study attempts to compare the economic impacts of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between Finland and Korea using an inter-industry analysis. Specifically, the study analyzes and compares between Finland and Korea about production-inducing effect and value added inducing effect of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based on demand-driven model. Moreover, the study deals with supply shortage effect and sectoral price effect by using supply-driven model and Leontief price model, respectively. These analyses have made by dealing the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as exogenous not endogenous. The results show that,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induces production-inducing effect of 0.2731 won in other industries in Korea and 0.3493 won in other industries in Finland, value-added-inducing effects of 0.1410 won in other industries in Korea and 0.2086 won in other industries in Finland. results from using demand-driven model are higher in Finland than Korea.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induces supply shortage effects 0.6713 won in other industries in Korea and 0.72628 won in other industries in Finland, and sectoral price effects are 0.1190% in Korea and 0.2302% in Finland due to the price increase of 10% of knowledge-based service industry.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일본 초고령사회의 산업구조 변화과정 분석을 통한 한국 산업구조 예측

        안세환(Se-Hwan Ahn),윤덕균(Deok-Kyun Yun),김성도(Sung-Do Kim),박우균(Woo-Gyun Park) 한국산업경제학회 2012 산업경제연구 Vol.25 No.3

        일본을 비롯한 많은 선진국들이 고령사회에 진입하였고, 산업측면에서 많은 변화와 준비가 있었다. 그 중에서도 일본은 세계에서 가장 먼저 초고령 사회에 진입하였으며, 역사적으로 고령인구의 증가속도와 산업의 발전과정, 정부 정책 등을 볼 때, 한국과 가장 유사하게 변화하여 왔다. 따라서 일본은 한국 산업의 미래를 전망함에 있어서 가장 좋은 예측모델이라 할 수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이러한 한국과 일본의 산업구조간의 상관관계를 바탕으로 고령사회 및 초고령 사회에 닥쳐올 한국 산업의 구조를 예측 하고자 하였으며 이를 위해 한국의 과거데이터를 이용한 기존방식의 미래예측이 아닌 일본과 한국의 산업 유사성에 근거하여 일본의 데이터를 가지고 한국의 산업구조를 예측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고령화 비율이라는 독립변수를 사용하고 한국과 일본의 산업 간 유사성과 고령화 정도를 바탕으로 한국 산업구조를 예측하고자 하였다. 이러한 본 연구의 결과는 일본의 초고령 사회로 인한 산업의 변화를 토대로 한국의 산업구조를 예측함으로써 향후 겪게 될 한국의 고령 및 초고령 사회에 대비한 중요한 시사점을 도출 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The lots of advanced countries, including the Japan entered into aged society and there were industrially lots of preparations and alterations. Japan was the first to enter into the super-aged society among these countries. According to pace of aging population growth, a process of development of industry and government policy, it has been changed most similar to Korea. Therefore, Japan is the best forecasting model to predict the future of Korean industry. In this study, we predict structure of Korean industry which is based on the correlation between Korean and Japanese industrial structure at the aged society and super-aged society. To achieve this, we predict structure of Korean industry not by using Korean historical data but by using similarity of industry between Korea and Japan. We use independent variable named aging index(aged 65 and over) to predict structure of Korean industry based on not only similarity of industry between Korea and Japan also aging degree. The result of this study can draw important implications for aged society and super-aged society of Korea by predicting structure of Korean industry as the foundation of alteration of industry caused by super-aged society of Japan.

      • KCI등재

        한국 합판산업 통계의 정비와 기초적 분석

        김대래(Dae-Rae Kim) 한국산업경제학회 2016 산업경제연구 Vol.29 No.1

        본 논문은 한국 합판산업의 성장과 쇠퇴를 파악하기 위한 1차 작업이다. 그 일환으로 1954년부터 2013년까지 한국합판통계의 시계열을 구축하고 기초적 분석을 하였다. 한국합판통계는 완성되지 않은 면적단위와 부피단위의 두 계열이 존재하며 부피단위의 통계에도 다시 두 계열이 존재한다. 이러한 시계열들을 비교 검토하여 적합한 환산비율을 도출하여 일관된 시계열을 만들고, 기본적 분석을 하였다.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첫째, 1950년대 중반 전후복구 수요를 바탕으로 출발한 합판산업은 1960년대 초부터 급격한 확장세를 보이며 성장을 하였다. 수출수요에 견인된 합판은 1978년에 정점에 도달한 뒤 급격히 생산이 줄어들었는데, 합판의 초기성장과 급격한 확장에는 유엔군납과 수출이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 1950년대 후반과 1960년대 초 한국합판생산량의 약 10% 정도가 유엔군에서 소비되었다. 그리고 1963년부터 전체 합판생산량의 절반 이상을 수출하였는데, 그 비율은 1972년 87.5%까지 올라갔으나, 1977년을 정점으로 역시 급격히 줄어들었다. 둘째, 합판산업은 한국초기공업화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 합판수출이 한국전체 수출에서 점하는 비중은 1968년에는 14.9%로까지 올라갔다. 1972년까지 한국수출의 10% 이상을 합판이 차지하였다. 공산품으로는 처음으로 수출에 성공한 합판은 수출지향적 공업화의 모델이 되었을 뿐만 아니라, 외환보유고가 빈약했던 한국경제에 주요 외화조달원으로서 기여하였다. 셋째, 고도성장을 하던 합판산업은 원목가격의 급등으로 갑자기 쇠퇴하기 시작하였다. 합판가격보다 빠르게 증가하는 원목가격으로 합판기업들은 경영위기에 직면하였고, 이것은 1982년 정부의 대대적인 구조조정으로 나타났다. 구조조정 이후 합판은 수입산업으로 전환되었는데, 1980년대 말부터 급증하던 수입은 2013년에는 78.1%에 이르고 있다. 수입대체산업에서 출발하여 세계1위의 합판수출국가로 성장하였다가 마침내 수입산업으로 변모한 합판산업은 우리나라에서 하나의 산업이 겪을 수 있는 사이클을 가장 먼저 보여주었다. This paper presents a preliminary work to identify the growth and decline of the plywood industry in Korea from 1954 to 2013. This research makes a consistent time series data and analyzes it. In korean plywood statistics, there are two series, area units and volume units and there exist two series of statistics in volume units as well. This paper compares these time series to derive the appropriate conversion ratio and create a correct time series data, and analyze it. The major conclusions are as following: First, Korean plywood industry based on the recovery demand after the mid-1950s showed a rapid growth from the early 1960s due to the export demand. Plywood industry reached its peak in 1978 and soon faced a drastic decline. In the early growth and rapid expansion of the plywood industry, sales to UN military and exports played a crucial role. In the late 1960s and early 1950s approximately 10% of plywood produced in Korea was consumed by the UN, through which the companies explored and created routes for export. Plywood exported more than half of its total production by 1963, and 87.5% of the production volume in 1972. However, it faced a sharp decline after the peak in 1977. Secondly, the plywood industry played a very important role in the early Korean Industrialization. The plywood industry consisted of 14.9% of the entire South Korean export market in 1968. By 1972 plywood exports accounted more than 10% of Korea"s exports. Plywood industry for the first time succeeded in overseas exporting, and showed a model of export-oriented industrialization. As the main source of the foreign currency, plywood industry contributed to the South Korean economy, which was very poor at the time. Thirdly, the plywood industry declined sharply because of the rapid rising of timber prices. In 1982, the structural adjustment of the industry took place and the plywood began to be imported rather than exporting. A massive plywood import began at the end of 1980s. In 1989, 42.1% of the total domestic consumption of plywood were imported, and the ratio was continually increased to 78.1% in 2013. Today, South Korea is one of the major importing countries of plywood.

      • KCI등재

        물류산업의 경제적 파급효과 분석

        심재희 한국산업경제학회 2009 산업경제연구 Vol.22 No.2

        본 연구는 물류산업에 대한 시계열적 산업연관분석을 통해 우리나라 물류산업이 국가경제에서 차지하는 위상과 국민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를 분석하였다. 한국은행 산업연관표상의 기본분류인 404개 업종 중 물류산업에 속하는 도로, 철도 등 11개 업종에 대한 분석 결과 생산유발계수는 철도화물운송이 높게 나타났고 수입유발계수는 외항운송이, 부가가치유발계수는 육상운수보조서비스가 높게 나타났다. 영향력계수는 철도화물운송이, 감응도계수는 도로화물운송이, 그리고 고용유발계수는 철도운송이 수치가 높았고 취업유발계수는 도로운송이 높게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물류산업은 생산유발효과와 수입유발효과는 크지 않은 반면 부가가치유발효과와 노동유발효과는 크게 나타났고 전방연쇄효과가 후방연쇄효과보다 크게 나타났다. 이 같은 결과는 물류산업이 높은 고용 창출과 부가가치를 유발하며 타 산업에 의해서 발생되는 유발수요의 특성을 지니고 있음을 나타낸다. The objectiv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economic spreading effects of logistics-related industry such as transport business by loads or railways to delivery products on national economy. For the analysis, this study uses input-output tables developed and published by the Bank of Korea in 2003 and 2007. The results show that production inducement coefficient, import inducement coefficient and effect ratio are lower than those of the whole industry while value-added inducement coefficients and responses ratio are higher than those of the overall industry. The above results indicate that logistics-related industry creates high employment and added value, in addition the business has derived demand.

      • KCI등재

        시장구조가 산업표준화 활동에 미치는 영향 : 한국산업규격(KS)을 중심으로

        성태경(Tae-Kyung Sung) 한국산업경제학회 2014 산업경제연구 Vol.27 No.5

        본 연구는 산업차원에서 시장구조가 산업표준화 활동에 미치는 영향을 계량적으로 검증한다. 우리나라 한국산업규격(Korean Industrial Standards: KS) 제정건수를 표준화 활동의 대리변수로 삼았고, 그 결정요인으로 시장집중도 이외에도 기술적 기회, 자본집약도, 수출비율, 산업특성(네트워크산업 여부) 등을 고려하였다. 분석대상은 식료, 섬유, 화학, 비금속광물, 금속, 전기전자, 기계, 자동차, 조선 등 9개 업종이며, 2006-2009년 기간 동안 혼용자료(pooling data)를 사용하였다. 추정방법으로는 통상최소자승법(OLS)을 활용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 및 정책적 시사점은 다음과 같다. 연구결과, 시장집중도가 높은 산업일수록 KS제정활동은 활발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다시 말해서 시장집중도가 작은 산업, 즉 많은 소규모기업들로 구성된 경쟁적 산업에서 KS제정활동이 활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몇 개의 기업들로 구성된 독과점적 산업에서는 KS라는 공적 표준(de jure standards)보다는 시장에서 경쟁을 통해 결정되는 ‘사실상의 표준(de facto standards)’에 전념한다는 해석도 가능하게 한다. 정책적 측면에서는 정부가 중소기업의 표준화 활동에 대한 관심을 가져야 함을 말해준다. 이는 표준화 과정에서 규모의 경제가 크게 작용하며, 중소기업들은 전략적인 자원을 충분히 가지지 못하므로 소극적 혹은 추종자적인 입장을 견지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The paper investigates empirically the effects of market structure on standardization activity at the industry level. The number of the Korean Industrial Standards(KS) is used as the proxy variable for standardization activity. The independent variables, in addition to market structure, are technological opportunity, factor intensity, export ratio, and networks. We estimated the OLS (Ordinary Least Square) regression model, using the pooling data for 9 Korean industries, including foods, textiles, chemicals, nonmetallic minerals, metals, electronics and electrics, machinery, automobiles, and shipbuilding, over 2006-2009. The empirical finding shows that market structure is related negatively with the enacting number of the Korean Industrial Standards(KS). In other words, the industries with less market concentration ratio are more active than oligopolistic industries in enacting the Korean Industrial Standards. This might also infer that oligopolistic firms devote themselves to de facto standards determined by market rather than de jure standards such as the Korean Industrial Standards. In terms of the government policy, since economies of scale do work in standardization process and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do not have strategic resources, policy makers should support the standardization activity of SMEs.

      • KCI등재

        산업연관분석을 이용한 화장실문화운동의 국민경제적 파급효과 추정에 관한 연구

        임배근,안영규 한국산업경제학회 2008 산업경제연구 Vol.21 No.3

        본 연구는 지금까지 학문적인 바탕이나 이론적인 체계 수립이 어려워, 이용자의 실태조사나 의식조사에 머물러 있던 화장실과 관련된 종래의 연구를 확장하여, 산업연관분석이라는 계량적인 분석모형을 통해 화장실문화운동 활성화에 따른 국민경제적 파급효과를 다각도로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한국은행에서 출간한 2003년도 산업연관표를 이용하여 화장실문화운동 활성화의 일환으로, 우리나라 기초지자체에서 공중화장실을 신축하거나 개·보수할 경우에 유발되는 경제적 파급효과를 생산유발액과 부가가치유발액 및 고용유발인원으로 나누어 추정하였다. 추정 결과, 공중화장실 신축과 개·보수에 따른 경제적 파급효과, 즉 생산유발효과와 부가가치유발효과 및 고용유발효과 등은 모두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특히 위생도기 및 요업 산업이 속한 비금속광물산업과 건설산업에서 가장 크게 증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부동산 및 사업서비스산업과 숙박산업에서의 높은 부가가치유발효과와, 도소매산업과 교육 및 보건산업에서의 높은 고용유발효과도 확인할 수 있었다. This paper uses inter-industry analysis(or input-output analysis) to estimate the economic inducement effects of toilet culture movement on the Korean economy. The data come from the 2003 input-output tables released by the bank of Korea. The tables are widely used as basic materials for measuring the repercussion effects of various economic policies, along with the analysis of economic structure. The major findings can be, among others, summarized: The economic inducement effects from one new construction(or 1% repair and improvement) of public toilet, as part of toilet culture movement programs, are estimated by the production inducement amount with 32,994(19,493) thousand won, the value added inducement amount with 26,872(6,443) thousand won, and the labor inducement number with 433(107). In the meantime, considering the industrial sectors, non-metallic mineral product industry and construction industry have more economic inducement effects than others. In addition, wholesale & retail trade industry and real estate & business service industry have more value added inducement effects and labor inducement effects, respectively.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