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지속가능한 발전' 개념의 현실화를 위한 일고(一考)

          김미자(Mi ja Kim) 21세기정치학회 2005 21세기 정치학회보 Vol.15 No.2

          본 논문은 21세기 지도이념인 ‘지속가능한 발전'의 실현을 위하여 이 개념의 본질이 무엇인지를 살펴보고 이 개념에 대한 올바른 이해위에 그의 현실화를 위한 전략을 논의하면서, 이 개념이 실현되는데 정치적으로 어떤 어려움이 있는지 살펴보고자 한다. 1987년 세계환경개발위원회(WCED) 보고서의 핵심개념인 '지속가능한 발전'은 환경보호에 중점을 부여하는 북의 선진국가군과 경제개발이 우선이라는 남의 저개발국가군 양측의 주장을 고려하여 수평적, 수직적 세대간 정의라는 새로운 관점을 탄생시킨 개념이다. 이 개념은 1992년 유엔환경개발회의(UNCED)에서 21세기 지도이념으로 채택되어 모든 국가는 이 이념에 따라 공동의 미래를 형성할 의무가 주어졌다. ‘지속가능한 발전'의 핵심문제는 현재의 소모적인 경제방식을 어떻게 친환경적으로 바꿀 것인가 하는 것이며, 그 현실화 전략으로 기술혁신을 통한 환경보호와 지속가능한 발전을 주장하는 생태적 근대화 전략과 현 경제체제를 구조적으로 변경시켜야 한다는 생태적 구조변화 전략이 있다. 두 전략중에서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해서는 생태적 구조변화 전략이 더 적절하다고 여겨지지만, 현실정치는 선거에 매여있다는 점과 자유화와 경쟁력을 주장하는 세계화의 흐름으로 인해 기술혁신을 통한 경제성장우선정책과 생태적 근대화 전략을 취하는 한계를 보여주고 있다. This paper examines the main point of Sustainable Development and discusses both strategies and difficulties for its realization. Sustainable Development, well known through the report of World Commission on Environment and Development (WCED) "Our common future", was adopted as a leading idea for 21st century by United Nations Conference on Environment and Development (UNCED). Every country is supposed to build up our common future based on the idea. There are two strategies for its realization: ecological modernization and ecological structure change. The former focuses on the technology innovation for environment protection and economic development. The latter argues that todays wasteful economic system must be reformed for sustainability. Although the latter is considered more effective and desirable, it is difficult to be realized because of various practical obstacles. For example, politics in the real world depends on election and global trend emphasizes on liberalization and competition.

        • KCI등재

          21세기 미국의 세계전략과 북한의 핵 곡예

          김의곤(Eui Kon Kim) 21세기정치학회 2003 21세기 정치학회보 Vol.13 No.1

          미국은 충분히 팍스 아메리카나(Pax-Americana) 내에서 ‘강압적 그리고 일방적 지도력'(coercive and unilateral leadership)을 충분히 행사하고 있고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그렇게 할 것으로 보인다. 2차 대전 이후부터 존재해 왔던 주적이 사라지고 미국 내부가 파편화 되고 있는 시점에서 미국의 지도력은 자신들의 고유한 정치적 이념인 “자유와 평등”의 추구를 통해서만이 미국을 통합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있으며, 이는 세계전략에서 보다 강압적인 패권적 지도력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맥락에서 북한의 핵문제는 단순히 핵무기와 대량살상 무기의 확산의 차원이라는 미국 국익을 위협하는 것으로 받아드려지고 있으며, 더 나아가서는 21세기 유일 패권국 미국의 세계경영전략에 직접적인 도전으로 인식되고 있는 것이다. 결국 미국의 대 북한 정책이 외교적 수단에 의해서 혹은 종국에는 무력 수단에 의해서 해결될 것인가 하는 것은 21세기 미국의 세계전략 수행의 시금석이 될 것이다. In the wake of the 21th Century, the United States, the current hegemon of the world, seems to be bewildered in the field of the hegemonic leadership as well as world management. Facing the collapse of the major adversary, the Soviet Union, the United States seems to have lost what has made America as it has been. I other words, the U. S. had to do anything that were opposing the Soviet Union and that was thought by many Americans as the right, correct and just. Now its adversary is gone and American society as a whole is facing the fragmentation and multi-culturization. In this context the U. S. seems to stick to its traditional values like freedom, liberty and human rights, etc. The Commission on America's National Interests clearly identified five national interests in 2000. The first and most significant national interest, among others, at least in the near future is to deter and prevent any countries from possessing and developing Massive Destructive Weapons including bio-chemical as well as nuclear weapons. So American policies toward Pyongyang is largely determined in terms of its world-wide management as a hegemon. The United States as a "responsible hegemon" will exercise its coercive leadership to its allies as well as its potential enemies including China, Russia, and countries in the list of Rogue countries. Thus, American policy vis-a-vis Pyongyang in the near future will be likely to be a restrained engagement, which is detrimental to North Korean nuclear acrobat.

        • KCI등재

          ‘지속가능한 발전 (Sustainable Development)' 개념의 현실화를 위한 일고(一考)

          김미자 21세기정치학회 2005 21세기 정치학회보 Vol.15 No.2

          This paper examines the main point of Sustainable Development and discusses both strategies and difficulties for its realization. Sustainable Development, well known through the report of World Commission on Environment and Development (WCED) "Our common future", was adopted as a leading idea for 21st century by United Nations Conference on Environment and Development (UNCED). Every country is supposed to build up our common future based on the idea. There are two strategies for its realization: ecological modernization and ecological structure change. The former focuses on the technology innovation for environment protection and economic development. The latter argues that todays wasteful economic system must be reformed for sustainability. Although the latter is considered more effective and desirable, it is difficult to be realized because of various practical obstacles. For example, politics in the real world depends on election and global trend emphasizes on liberalization and competition. 본 논문은 21세기 지도이념인 ‘지속가능한 발전'의 실현을 위하여 이 개념의 본질이 무엇인지를 살펴보고 이 개념에 대한 올바른 이해위에 그의 현실화를 위한 전략을 논의하면서, 이 개념이 실현되는데 정치적으로 어떤 어려움이 있는지 살펴보고자 한다. 1987년 세계환경개발위원회(WCED) 보고서의 핵심개념인 '지속가능한 발전'은 환경보호에 중점을 부여하는 북의 선진국가군과 경제개발이 우선이라는 남의 저개발국가군 양측의 주장을 고려하여 수평적, 수직적 세대간 정의라는 새로운 관점을 탄생시킨 개념이다. 이 개념은 1992년 유엔환경개발회의(UNCED)에서 21세기 지도이념으로 채택되어 모든 국가는 이 이념에 따라 공동의 미래를 형성할 의무가 주어졌다. ‘지속가능한 발전'의 핵심문제는 현재의 소모적인 경제방식을 어떻게 친환경적으로 바꿀 것인가 하는 것이며, 그 현실화 전략으로 기술혁신을 통한 환경보호와 지속가능한 발전을 주장하는 생태적 근대화 전략과 현 경제체제를 구조적으로 변경시켜야 한다는 생태적 구조변화 전략이 있다. 두 전략중에서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해서는 생태적 구조변화 전략이 더 적절하다고 여겨지지만, 현실정치는 선거에 매여있다는 점과 자유화와 경쟁력을 주장하는 세계화의 흐름으로 인해 기술혁신을 통한 경제성장우선정책과 생태적 근대화 전략을 취하는 한계를 보여주고 있다.

        • KCI등재

          한반도 공간정치의 복잡성과 21세기 통일전략

          박순성 21세기정치학회 2000 21세기 정치학회보 Vol.10 No.1

          본 논문은 21세기 한반도 통일전략과 관련하여 세 개의 명제를 제시한다. 첫째, 통일에 대한 접근은 민족주의적 관점에 중심을 두고 신자유주의적 관점을 포용하는 방식을 취하여야 한다. 둘째, 현 단계 남북한의 관심영역인 경제분야 교류협력이 확장되고 남북관계 전반에 긍정적 파급효과를 미치기 위해서는 정경분리원칙을 넘어 당국간 정책협력을 도모해야 한다. 셋째, 한반도 통일은 동아시아 질서의 재편을 가져올 뿐만 아니라 재편 자체를 통해서만 실현될 수 있으므로, 냉전체제 해체 이후 아직도 완전히 재편되지 않은 동아시아 질서가 통일에 유리한 방향으로 나아가도록 하는 방안, 곧 동아시아의 안보‧경제협력방안을 모색하여야 한다. 본 논문의 논의는 현실에 대한 역사적‧구조적 해석으로 대부분 구성되어 있다. 사실의 수집‧확인보다 해석에 치중하는 연구가 가질 수밖에 없는 한계에도 불구하고, 본 논문이 제시하는 한반도 공간정치에 대한 해석은 통일정세 변화에 대한 과학적 이해와 함께 대북‧통일정책의 기본 방향 설정에 기여할 것이다.

        • KCI등재

          Kinship and Politics among Orthodox Christians in Syria

          Noriko,Sato 21세기정치학회 2010 21세기 정치학회보 Vol.20 No.1

          1915년의 기독교 교도 대학살은 아나톨리아지역에 거주하고 있었던 많은 기독교 교도들을 조국에서 추방하는 결과를 나았다. 많은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 (Syrian Orthodox Christians)들이 시리아에 이주했지만, 그들의 사회적 입장은 불안정하다. 이런 상황에 직면하고 있기 때문에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들은 자기집단의 사회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하여 여러 가지 시도를 하고 있다. 본 논문은 동북 시리아 지방의 불안정한 정치적 환경이 이것들 기독교 교도들의 결혼과 친족관계의 형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에 대하여 논한다. 결혼과 친족의 관계는 사회의 재생산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가질 뿐만 아니라 북동 시리아 지역에 거주하는 집단 간의 세력관계를 반영하고 있다.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들은 자신들의 공동체를 도시의 전문가 집단으로서 정의함으로써 사회적 지위의 향상을 목표로 한다. 그렇지만 이 목표를 달성하는 것은 어렵다. 따라서 이들 기독교 교도들은 동북 시리아 지방에 존재하는 당파항쟁의 희생자가 되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다. 그래서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들은 자기를 방어하기 위한 전략을 세워놓는다. 친족 간의 결속을 강화하는 것은 당파간의 관계가 만든 지방정치의 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중요한 전략이다. Syrian Orthodox Christians, who forced to emigrate from their homeland in eastern Turkey to Syria aftermath of the 1915 Christian persecution in Ottoman Turkey, have been marginalized in Syrian society. In confronting such a difficult situation, they have made various attempts at establishing their position in society. The aim of this article is to examine how the insecure political environment in north-eastern Syria has obliged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who are minority and powerless, to transform their marriage practices and their way of demonstrating relationship between kin. Marriage and kinship are important not only as a means for regulating social reproduction, but also for displaying power relations which have developed in a particular political geographic setting.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wish to portray their community as one of the urban professionals. However, it is difficult for them to achieve this goal. The Christians fear they might become victims of a sectarian power struggle, which is related to national politics. The potential threats of violence and the escalation of the power struggle have created practical demands of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for defending themselves by strengthening their kinship ties.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have made an attempt to maximize their strategies for dealing with the problems which the power relations in regional politics have generated.

        • KCI등재

          Kinship and Politics among Orthodox Christians in Syria

          사토,노리코 21세기정치학회 2010 21세기 정치학회보 Vol.20 No.1

          Syrian Orthodox Christians, who forced to emigrate from their homeland in eastern Turkey to Syria aftermath of the 1915 Christian persecution in Ottoman Turkey, have been marginalized in Syrian society. In confronting such a difficult situation, they have made various attempts at establishing their position in society. The aim of this article is to examine how the insecure political environment in north-eastern Syria has obliged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who are minority and powerless, to transform their marriage practices and their way of demonstrating relationship between kin. Marriage and kinship are important not only as a means for regulating social reproduction, but also for displaying power relations which have developed in a particular political geographic setting.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wish to portray their community as one of the urban professionals. However, it is difficult for them to achieve this goal. The Christians fear they might become victims of a sectarian power struggle, which is related to national politics. The potential threats of violence and the escalation of the power struggle have created practical demands of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for defending themselves by strengthening their kinship ties. The Syrian Orthodox Christians have made an attempt to maximize their strategies for dealing with the problems which the power relations in regional politics have generated. 1915년의 기독교 교도 대학살은 아나톨리아지역에 거주하고 있었던 많은 기독교 교도들을 조국에서 추방하는 결과를 나았다. 많은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 (Syrian Orthodox Christians)들이 시리아에 이주했지만, 그들의 사회적 입장은 불안정하다. 이런 상황에 직면하고 있기 때문에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들은 자기집단의 사회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하여 여러 가지 시도를 하고 있다. 본 논문은 동북 시리아 지방의 불안정한 정치적 환경이 이것들 기독교 교도들의 결혼과 친족관계의 형성에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는가에 대하여 논한다. 결혼과 친족의 관계는 사회의 재생산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가질 뿐만 아니라 북동 시리아 지역에 거주하는 집단 간의 세력관계를 반영하고 있다.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들은 자신들의 공동체를 도시의 전문가 집단으로서 정의함으로써 사회적 지위의 향상을 목표로 한다. 그렇지만 이 목표를 달성하는 것은 어렵다. 따라서 이들 기독교 교도들은 동북 시리아 지방에 존재하는 당파항쟁의 희생자가 되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다. 그래서 시리아 동방정교회 교도들은 자기를 방어하기 위한 전략을 세워놓는다. 친족 간의 결속을 강화하는 것은 당파간의 관계가 만든 지방정치의 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중요한 전략이다.

        • KCI등재

          공공서비스 분야에서의 국가·민간 역할분담에 관한 연구

          이수연(Lee Su-yun) 21세기정치학회 2013 21세기 정치학회보 Vol.23 No.2

          본 논문에서는 OECD 국가 보건의료 데이터를 사용하여 국가ㆍ민간역할분담 유형(재원조달, 의료서비스 생산 방법을 기준으로)이 보건의료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국가 가 공공병원설립 등을 통해 의료서비스를 직접 생산할수록, 국가의 의료비 부담 비중이 높을수 록 효율성, 효과성, 생산성과 같은 보건의료성과 지표가 긍정적이었다. 또한 국가의 의료서비스 직접 생산 방식(공공병원비중) 보다는 재정책임성 정도가 더 많은 종류의 보건의료성과 지표에 영향을 미쳤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볼 때 굳이 국가가 직접 공공병원을 설립하여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필요성은 적으며 국가는 재정지원수준만을 높이고 의료서비스 제공은 민간의 료기관이 하게끔 하여도 유사한 보건의료성과를 낼 수 있다. 단, 민간의료기관에 대한 규제ㆍ감 독 강화, 민간의료기관의 의료비에 대한 강한 재정통제정책이 수반되어져야 한다. OECD member countries use a wide variety of institutional arrangements to finance and deliver health care. This study use regression analysis based on crosssection data(OECD Health Data 2010) in order to explain the linkage between the performance of the health system and health care financing/delivery system. Empirical evidence shows that higher public expenditure as a percentage of total expendiure(or higher government-owned hospitals as a percentage of total hospitals) is associated with significantly more positive health care system performance as measured by resource mobilized, services produced, health outcomes achieved, efficiency, effectiveness and productivity. In addition, regression results suggest that health care financing system are more important factors explaining differences in health care system performance across OECD countries than health care delivering system.

        • KCI등재

          The Memory of the Massacre and its Relation to the Identity of Contemporary Syrian/Syriac Christians in Syria

          Noriko Sato(노리코 사토) 21세기정치학회 2015 21세기 정치학회보 Vol.25 No.3

          본고에서는 시리아의 자지라(Jazira)지역에 거주하는 시리아 정교회교인들이 형성하고 있는 2가지 유형의 공동체에 대하여 고찰해 보겠다. 시리아 정교회교인들의 선조들은 오스만 제국 시대말기에 거행된 대규모의 기독교 박해(Sayfo)로 난민이 되어 시리아로 이주하였다. 그들의자손들은 지금까지도 선조들의 박해와 학살을 기억하고 있다. 이 기억은 재지라지역의 정치및 사회적 환경의 영향을 받으면서 재구축되었다. 박해에 대한 각 공동체의 기억은 쿠르드 민족과의 유대관계나 국가(시리아)의 종교적 다문화주의정책에 영향을 받아 재구성되었으므로, 이들 공동체에 상징적 의미를 부여한다. 이 기억은 특히 그들의 종교 및 민족적 동일성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가 있다. This paper deals with two different communities of Syrian/Syriac Orthodox Christians in Syria, who experienced the Christian persecution (Sayfo) in present Turkey, at the end of the Ottoman era and so were obliged to emigrate from their homeland to Syria. Each of these communities has composed a ‘community of memory' of the Sayfo, which seems to be related to their attempt to establish their present social position in Syria. In the process of constituting such collective remembrance, they allocate symbolic meanings to the Sayfo, which are significant for the constructing their ethnic/religious identities. The meanings which these Christians attach to their memory of the Sayfo incident have been nurtured in the socio-political environment of Syria under the regime of Bashar al-Assad, where the government has attempted to incorporate a variety of religious groups into its society, in an attempt to have their heritage acknowledged as being part of the culture of Syrians.

        • KCI등재

          자유주의, 다원주의, 그리고 타협의 정치

          설한(Hahn Suhl) 21세기정치학회 2009 21세기 정치학회보 Vol.19 No.1

          전통적으로 자유주의는 스스로를 다원주의 문제에 대한 최선의 해결책이라 주장해 왔다. 그러나 자유주의 역시 좋은 사회에 대한 특정한 견해와 결부된 하나의 포괄적인 도덕적 비전을 제시할 뿐이다. 현대의 다원적인 환경 속에서는 어떠한 단일의 윤리규범도 인간 삶의 다양한 차원들을 완전하게 일원화시킬 수는 없다. 따라서 자유주의 정치와 사회는 이전의 윤리적 자유주의와는 다른 토대를 필요로 하며, 현대 자유주의 정치이론은 스스로를 재고해야 하는 압력을 받아왔다. 이 글의 목적은 다원주의에 직면한 현대 자유주의 이론가들의 대표적인 대응논리를 비판적으로 고찰함과 동시에 하나의 대안으로서 보다 현실적이고 민주적인 타협의 정치를 강조하는 것이다. 현대 자유주의이론들은 다원주의와 연계된 정치적 선택과 갈등에 맞서는 대신 시장의 보이지 않는 손, 공동체의 전통 혹은 중립적인 헌법에 의거하여 하나의 비정치적인 합의를 추구함으로써 그것들을 회피하고자 하기 때문에 성공적인 전략이 되지는 못한다. 다원주의는 다양한 가치와 이익 사이의 갈등은 사회에 있어서 영속적이며 사회를 본질적으로 구성하는 것이라는 인정과 함께 시작한다. 현실적으로 서로 경쟁적인 이상과 이익은 토의의 정치과정 속에서 협상과 교섭을 통해 이루어지는 타협에 의해 조정될 필요가 있다. 따라서 평화로운 공존을 위한 정치적 전략으로서 민주주의를 우선시하는 타협의 자유주의 정치가 더 현실적인 대안일 수 있다는 것이 이 글의 주장이다. Liberalism has traditionally offered itself as the best solution to the challenge of pluralism. However, liberalism also is founded on a comprehensive conception of the good tied to a particular view of the good society. In the modern circumstances of complexity and pluralism no single ethical code can integrate without remainder the diverse dimensions of human life. Thus, liberal society and politics need an alternative basis to the ethical liberalism of old, and contemporary liberal philosophy has sought to rethink liberalism in appropriate ways. The aim of this paper is to evaluate the typical liberal responses to the challenge of pluralism and suggest a democratic liberal politics of compromise as an alternative. Instead of confronting the political choices and conflicts associated with pluralism, contemporary liberal theorists seek to avoid them by pursuing an elusive apolitical consensus grounded in the invisible hand of the market, community traditions or a neutral constitution. But all are found wanting. Pluralism consists in the recognition that conflicts among diverse values and interests are permanent and essential constituents of society. In practice competing ideals and interests need to be accommodated by a compromise resulting from negotiations in the political processes of deliberation. As a result, it is the argument of this paper that a democratic liberal politics of compromise might be a more realistic alternative as a political strategy for peaceful coexistence.

        • KCI등재

          대만의 정보화 추진과정과 국가역할

          임혜란 21세기정치학회 2005 21세기 정치학회보 Vol.15 No.2

          This study intends to explore the role of the state in the process of informatization in Taiwan. Globalization, democratization, and informatization result in economic integration, decentralization of power, and the sophistication of information technology. This phenomenon led many scholars to pay attention to the argument of 'decline of the state'. However, unlike this argument, this study finds out that the state continued playing an important role in steering the economy in Taiwan, especially in the process of IT development and application. The Taiwanese government as an institution of conflict manager tried to build flexible committee mechanisms to enhance intra-state policy coordination in promoting IT industries and IT application. Also the government as an entrepreneur focused on creating and maintaining an enabling environment for innovation system such as Hsinchu Science-based Industrial Park. Most Taiwanese small-medium firms are constrained by the limited business scale and the lack of R & D investment, especially in IT sectors. Therefore, the state has actively involved in the creation and development of high tech industries, by providing R & D consortium and a dense policy network. 본 연구의 목적은 대만의 정보화 추진현황을 분석하고 정보화 추진과정에서 국가가 어떤 역할을 했는지 살펴보는데 있다. 세계화, 민주화, 정보화 시대는 세계경제구조의 통합화, 권력의 탈집중화, 정보기술내용의 복잡화 등을 가져온다는 점에서 세계화 시대 정부주도 산업화 모델의 적실성이 떨어지고 있으며 따라서 국가역할의 쇠퇴를 주장하는 논의가 많다. 그러나 대만의 정보화 추진과정을 분석한 결과 대만은 정보화 산업영역이 고도의 자본과 기술을 요하지만 대만의 산업구조가 중소기업 중심이라는 한계로 인하여 정부의 기술혁신투자를 위한 보다 적극적 역할이 요구되어 왔음을 알 수 있다. 대만은 기존 산업화 시대에는 중소기업구조의 역동성을 유도하기위해 주도적이면서도 간접적인 국가개입을 지속하였다. 그러나 정보화 시대 대만 국가는 시장과 산업구조의 한계를 보완하기 위해 보다 적극적인 역할을 강화했으며, 그 내용은 혁신체제건설과 시장경쟁적 환경조성에 기반을 둔 국가역할이었다. 제도적 시각에서 볼 때 대만 정부는 IT산업발전을 지원하는 기업가로서 신죽단지조성에 힘을 기울여 왔으며 정부 내 부처간 중복투자 및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정책네트워크 및 정책위원회 건설 등을 통한 산업정책의 유기적 조정을 지속했다. 물론 대만의 정보화과정이 정보격차의 문제를 해결하지 못한 한계를 보이지만, IT산업발전과 정보화 활용정책 등이 비교적 단시일 내에 빠른 성과를 보여줬다는 점은 정부의 주도적 역할이 중요했음을 반영하는 것이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