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후보

          한국체육사학회의 현실과 미래의 과제

          하남길 한국체육사학회 2007 체육사학회지 Vol.20 No.-

          한국 체육사학회는 2005년 창립 10주년을 맞았으며, 2007년 10월 제20호 학회지를 발간을 맞았다. 지난 50년 동안 한국의 체육 및 스포츠에 관한 학문적 연구는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큰 진전을 보았다. 그러나 체육과 스포츠 역사에 대한 연구 성과는 미흡한 편이었다. 미국에서는 1885년 ‘미국체육학회(AAHPERD)’의 모체가 된 ‘체육진흥협회 (AAAPE)’가 창립되었고, 1896년 『미국체육학회지(The Journal of Health, Physical Education and Recreation)』가 창간되어 체육에 대한 전문적인 연구가 시작되었다. 또한 1900년을 전후로 하트웰(Edward M. Hartwell, 1850-1922)이 체육사에 관한 연구를 시작한 이래 1973년 ‘북미체육사학회(the North American Society for Sport History)’가 결성되어 오하이오 주립대학(The Ohio State University)에서 창립 정기총회(first annual convention)를 개최했다. 이러한 역사에 비교하면 한국 체육사학회의 창립은 매우 늦은 것이었다. 그러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한국체육사학회는 창립 이후 12주년 동안 꾸준히 성장해왔으며, 『한국체육사학회지』제 20호를 발간하기에 이르렀다. 이제 『한국체육사학회지』 제20호 발간을 계기로 한국 체육사 연구의 현황과 실태를 한번 쯤 점검해보고 미래 학문적 진보를 위한 방안을 마련해야 하며, 전체 논문을 한눈에 바라볼 수 있도록 논문 목록을 한번 쯤 정리해 둘 필요가 있다.

        • KCI등재

          한국의 체육사 연구의 동향 및 과제

          박귀순 ( Cindy Park ) 한국체육사학회 2014 체육사학회지 Vol.19 No.4

          본 연구에서는 한국의 체육사 연구 동향의 파악을 위해 3시기로 구분해서 각 시기별 연구 동향을 살펴보고, 이를 통해서 향후 한국의 체육사 연구의 과제를 제시하는데 목적을 두었다. 제1기(1953년-1993년)에는 나현성을 필두로 한국의 체육사 연구가 본격적으로 이루어졌으며, 1953년 한국체육학회의 창립과 학회지의 창간 및 체육사 분과위의 설립 등으로 체육사 연구의 기반이 조성되었다. 제2기(1994년-2004년)에는 1994년 한국체육사학회의 창립과 학회지의 창간 및 다양한 국제 교류 세미나 등의 활동이 이루어지면서 체육사 연구가 본격적으로 이루어졌다. 제3기(2005년-현재)에는 한국체육사학회 창립 20주년을 맞이하면서, 체육사 연구는 비교적 안정기에 들어서게 되었다. 향후 한국의 체육사 연구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모색하기 위해서 첫째, 체육사 연구 주제의 다양화, 둘째, 체육사 연구방법의 체계화 및 확립, 셋째, 학회 회원의 관리 및 확보, 넷째, 다양한 관련 학계와의 교류 강화 내용의 당면 과제를 제시했다. The present study purposed to clarify of trend of the sport history research in Korea, it was divided into three period. and through it presented a assignment for future research of the sport history in Korea. The first period(1953-1993) was a research done in earnest, 1953 establishment of the KAHPERD of Korea, Journal has been founded etc. The second period(1994-2004), 1994 establishment of KSHPESD, Journal has been founded, through various international exchange activities and seminars, sport history research was a sudden increase. The third period(2005-present), the KSHPESD celebrated its 10th anniversary, sport history research has become to stable relatively. In order to explore a new paradigm for the future Korean sport history research presented the following assignments; diversification of sport history research topic, systematic methods of sport History research, management society members, strengthen academic exchanges with various related.

        • KCI등재
        • KCI등재

          텍스트마이닝과 네트워크 분석을 통한 한국체육사 연구의 시대별 지적구조 분석

          박성제 ( Park Sung-je ),이제욱 ( Lee Jea-woog ) 한국체육사학회 2017 체육사학회지 Vol.22 No.2

          본 연구는 텍스트마이닝과 네트워크 분석을 활용하여 국내 체육사 연구의 지식구조를 도출하고 연구동향을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범위는 한국체육사학회지의 창간호부터 20년간(1996∼2015) 발표된 논문으로 설정하였다. 연구절차는 논문의 주제키워드를 추출 후 텍스트마이닝과 네트워크 분석을 통해 지식구조를 도출하였다. 분석결과 현대체육사의 지식 구조는 대부분의 주제키워드가 연구영역 구분 없이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좁은 세상 네트워크`형태를 띠고 있는 반면, 과거 시대의 지식구조는 연구영역과 주제키워드 활용이 한정적임을 알 수 있었다. 또한, 지식구조를 통해 연결 관계가 없는 키워드 간 주제접근의 시도와 이를 촉진하는 높은 매개중심성, 근접중심성의 주제키워드를 탐색하는 것은 체육사학 주제영역의 확대를 모색하는 방법 중 하나로 나타났다. 본 연구결과는 정량적 역사연구에서 기대할 수 있는 새로운 시각의 역사적 통찰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이는 `빅데이터 인문학`적 관점에서 볼 때 분석결과의 의미를 더욱 윤택하게 부여할 수 있는 역사가의 능력과 역할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rive the knowledge structure of physical education history and to analyze the research trend by using text mining and network analysis. The range was set up as a paper published for 20years from the first issue of Korean Journal of Physical Education history. The data was extracted from the theses of the thesis and used in the network analysis for deriving knowledge structure through text mining process. As a result of analysis, modern physical education history has a `Small World Network` form in which most keywords are closely related to each other. In addition, it is one of the ways to explore the theme of the theme of the physical education history by searching for the theme of high mediation, proximity. Through this study, it is expected that the possibility of historical insight of new perspectives that can be expected from quantitative history research as well as the expansion of domestic history research can be expected to increase the capacity and role of historian from the perspective of `big data` humanities.

        • KCI등재
        • KCI등재

          중국과 대만의 체육사 연구동향에 관한 연구

          박귀순 ( Cindy Park ) 한국체육사학회 2014 체육사학회지 Vol.19 No.1

          본 연구에서는 중국과 대만의 체육사 연구의 동향을 밝히기 위해서 지역별, 시기별, 주제별로 구분해서 그 특징 및 내용을 살펴보았다. 1900년대부터 1910년까지 중국의 체육사는 중국전통체육, 무예 및 고대체육사 등의 연구주제가 주류를 이루었다. 1920년대부터 1940대까지는 중국에서 민족의식 및 체육의 중요성이 강조되었으며, 중국고대체육, 세계체육 개괄, 국술, 무예 등의 연구주제가 주류를 이루었다. 1949년에는 중화인민공화국이 건국되면서 정부의 체육사 연구에 대한 관심으로 체육사 연구가 전개되었지만, 문화대혁명이 일어나면서 1960년대와 1970년대에는 체육사 연구의 침체기를 맞이했다. 1980년에는 중국전통 체육이나 무예·병법 등의 고대체육사에 연구주제 비중이 높았으며, 1990년대에는 당대 중국체육과 관련된 연구주제의 비중이 높은 추세였다. 대만의 체육사에는 1911년 중화민국 건립 당시의 학술체제가 그대로 전승되었다. 1949년 중화인민공화국 건립 이전까지 다양한 체육사 관련 서적이 간행되었다. 특히 대만의 체육사 연구는 대학교 및 전문학교의 설립과 함께 시작된 점이 특이할 만했다. 본격적인 대만체육사 연구 활동은 1968년부터 시작되었으며, 전통체육, 고대체육사 등의 연구 주제의 비중이 현저하게 높았다.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history of sports of research trends in China and Taiwan. From 1900 to 1910, the history of sports in China was the mainstream of traditional Chinese sports and ancient themes etc. From 1920 to 1940, a sports of history of China was to emphasize the national consciousness and the importance of PE in China. While the Cultural Revolution, however, arose in the 1960s and 1970s was to take the recession of history of sports research. In 1980, the traditional Chinese martial arts ancient themes, was the higher proportion of subjects. In the 1990s, the research themes related to contemporary in China, the proportion of PE was high trend. The Republic of China was founded in 1911 at the time of the academic system as it was handed down. Prior to the establishment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1949, the books for the history of sports had been published. The history of sports in Taiwan research began with the establishment of the university and school of the Physical education. The history of sports of research activities in Taiwan began in 1968, accounted for ancient significantly higher the history of sports research thema.

        • KCI등재후보

          한국 엘리트스포츠의 요람 한국체육관

          곽성연,하웅용 한국체육사학회 2007 체육사학회지 Vol.19 No.-

          This study focuses on the influence of Korea(Chosun) Gymnasium on sports in Korea from 1946 to 1966. Korea Gymnasium, the first privately-invested gymnasium in Korea after the Korean Independence, played its role faithfully as a center to train elite athletes and leaders in sports as well as to nurture competitive games in Korea. Before the Taerung National Athletic Training Center for athletes was founded in 1966, the Gymnasium was practically the place to train national athletes as well. Korea Gymnasium made a remarkable contribution to sports in Korea and was a place of historic significance. The study findings are summarized into four areas. First, the Chosun Gymnasium as the one and only indoor gymnasium that was privately-held before the Korea war, laid the foundation for the growth of elite sports in Korea. In the Chosun Gymnasium, Hwang, Eul-su played a leading role in most of the activities in the gymnasium. Second, Korea Gymnasium was born as a result of the reconstruction of Chosun Gymnasium after the Korean War, enjoying its peak years and leading the Korean elite sports. Third, athletes in Korea Gymnasium were trained and educated to become influential and respectable leaders who played a pivotal role in the growth of sports in Korea. Fourth, Korea Gymnasium was a springboard for Korean sports to go global. After the Korean Liberation in 1945, athletes in Chosun Gymnasium were invited by Philippine. Later, wrestling players from Korea Gymnasium participated in the World Greco-roman Wrestling Championship held in Yokohama city in 1961. The participation was a signal that sports activities were started to get officially recognized at the government level. In addition, Korean athletes were able to get new experiences on the global stage, leading to their enhanced performance. 한국체육관이 국내 최초의 실내체육관은 아니다. 한국체육관이전에도 YMCA가 있어 근대체육 대중화의 장으로써 커다란 업적을 남겼다(김재우, 2005: 4). 그러나 YMCA가 사회체육 진흥사업에 총력을 다 했다면, 1966년 태릉선수촌이 만들어지기 전까지 한국 엘리트스포츠 산실은 한국체육관(조선체육관)이었다. 이 연구는 1946년 건립추진위원회의 조직부터 1966년 태릉선수촌이 설립될 때까지의 한국체육관이 체육에 미친 영향에 대하여 조사, 연구하였으며 결과를 요약,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조선체육관은 국내 유일의 사설 종합 실내체육관으로 한국전쟁 이전까지 엘리트스포츠 기반을 마련하였으며, 그 중심에는 황을수가 있었다. 황을수는 1950년 한국전쟁 때 납북되기 전까지 조선체육관을 성실히 운영하여, 런던 올림픽에 역도와 복싱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는데 기여했으며, 런던 올림픽 이후 한국체육(특히 격투기 종목)발전에 기여하였다. 더욱이 보다 체계적인 엘리트 선수육성을 위하여 체육대학설립을 목표로 두었다는 사실은 한국체육의 선구자로서의 자질과 현안을 알 수 있는 부분이라 사료된다. 둘째, 한국전쟁 이후 한국체육관으로 재건되면서 전성기를 구가하며 주도적으로 엘리트스포츠를 이끌었다. 한국전쟁으로 황을수는 납북되고 조선체육관은 폐쇄되었으나, 전쟁 후 더욱 굳건한 모습으로 재건하여 한국 엘리트스포츠의 본거지로서 역할을 담당하게 되었다. 한국체육관 출신들은 건국 후 네 번에 걸친 올림픽참가사를 볼 때, 총 한국선수단의 약 18%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복싱의 송순천은 멜버른올림픽에서 대한민국 정부 수립 후 최초의 올림픽 은메달을 조국에 안겼고, 도쿄올림픽의 장창선도 레슬링에서 두 번째 은메달을 획득하는 등 한국 엘리트스포츠 발전의 선두에 있었다. 셋째, 한국체육관에서 배출된 선수들은 훌륭한 지도자로서 한국체육 발전에 크게 기여한다. 한국체육관은 본격적으로 레슬링, 태권도, 복싱, 유도 등 종목별 지도자 강습회 및 심판강습회를 개최함으로서 한국체육을 이끌어갈 지도자를 육성하였다. 한국체육관에서 지도자 교육을 받은 사람들 중 다수가 한국체육이 스포츠 강국으로 성장할 수 있는 주 원동력이 되었다. 넷째, 한국체육의 국제무대 진출에 교두보 역할을 한다. 한국체육관은 필리핀 체육회장의 초청을 받게 된다. 이러한 결과 국제무대의 경험이 부족한 국내 선수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하게 하였고, 런던 올림픽 이후 스포츠를 통한 세계제패를 목표로 하던 한국체육계에 신선한 변화를 가져왔다고 본다. 한국체육관은 광복 후 한국에 유일한 실내사설체육관으로 투기 종목의 보급과 엘리트 선수양성 및 지도자 양성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면서 그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였다. 또한 한국체육관은 1966년 태릉선수촌이 설립이전까지 실절적인 국가대표 훈련장소로서도 그 역사적 의의가 있다. 그러나 1970년대 이후 한국체육관은 무리한 사업 확장과 재정의 악화가 지속되면서 결국 1996년 최종 매각을 하였고 그 자취마저도 한국체육사에서 사라지게 된다. 본 연구는 한국체육관의 설립과 전성기로 사료되는 1966년까지의 체육사적 의의를 연구하였다. 그러나 한국체육관의 전체적인 체육사적 의의를 찾기 위해서는 1966년부터 최종 매각과정까지의 면밀한 연구가 필수적이라 사료되며, 후속 연구를 지속적으로 수행할 것이다.

        • KCI등재

          구술사를 통해서 본 체육인의 삶

          박기동 ( Ki Dong Park ),윤대중 ( Dae Jung Yun ) 한국체육사학회 2012 체육사학회지 Vol.17 No.3

          본 연구는 한국체육계에서 활동한 체육인의 삶을 통해 그들이 갖고 있는 스포츠문화와 선수의 지위에 대한 고충을 이해하고 한국체육계의 미래를 예측하기 위한 것으로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 첫째, 현재 그들은 비교적 안정적이며 즐겁게 살고 있고, 운동을 통해서 얻은 강인한 정신력이 삶의 원동력이었다. 둘째, 각각의 종목에서 고문으로 지도자 및 선수들과의 만남, 그리고 각종대회에 참석하여 후배들을 격려하며 한국체육계의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셋째, 해방이후 혼란스러웠던 한국체육계에서 선수로 활동하면서 얻은 자긍심을 바탕으로 이후 지도자 생활에서 남다른 지도력을 발휘했다. 구술사를 통한 체육인의 삶을 체육사적 관점에서 조명하고자 한 본 연구는 참여자들의 각기 다른 활동공간과 해방, 한국전쟁이라는 시대적 상황아래 본인의 종목에서 과거와 현재에 최선을 다한 모습을 비춰볼 때 한국체육계의 밝을 미래를 예견할 수 있다. The current study aimed to understand athletes` sports culture and their difficulties in relation to having the status of players through their lives of the athletes who were active in Korean athletic circles and to estimate the future of the world of sports in Korea, and the following results were obtained: First, currently they are living relatively stable and happy lives, and their strong willpower obtained through sports was the driving force of their lives. Second, as advisors in each event they are meeting with leaders and players, and participating in all kinds of games, they are contributing to the development of Korean athletic circles offering words of encouragement to their juniors. Third, they displayed the unusual leadership in their lives as leaders based on pride they came to have being active as players in the Korean athletic circles that were chaotic after liberation. This study intended to investigate the athletes` lives from the perspective of sports history through oral history and the bright future of the world of Korean sports can be projected in light of the fact that the participants have done their best in their events in the past and in the present under the conditions of the times, national liberation, the Korean War and their different activity space.

        • KCI등재
        • KCI등재

          한국무예의 정체성 탐구 : 고구려 무예를 중심으로 Focused on Goguryo martial arts

          심승구 한국체육사학회 2004 체육사학회지 Vol.- No.13

          A martial art of Goguryo made itself foothold on continuing buildup of the national strength through compiling their martial art culture with the race all over Manchuria and the Korean Peninsula in along with the growth of the ancient nation. Especially, in the characteristic of martial art culture throughout Goguryo, it makes a syntheses of martial art culture of nomadic tribes with priority given to a archery and horsemanship and an Infantry martial art culture of an Agricultural people in the Korean Peninsula. In this respect, I concluded it's alike Chinese martial art and simultaneously having the different features from the chinese one in some aspects. At the same time, the most important thing given into the history of Korean martial art is that is became the basis on contributing in the way of succeeding in development on the Korean martial art since the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