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과 수입액에 세계금융위기가 미친 영향에 관한 실증적 연구

          임병진 한국일본근대학회 2016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54

          이 연구는 미국의 서브프라임 모기지 부실사태 시발전인 1998년 8월 31일부터 2007년 4월 30일까지 105개의 자료와 미국의 서브프라임 모기지 시발 후인 2007년 5월 31일부터 2016년 1월 31일까지 105개의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를 사용하여 금융위기 전후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간의 상호 영향력을 분석하였다. 연구방법론은 시계열의 안정성 여부의 판정을 위한 단위근 검정과 변수간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관계의 존재여부판정을 위한 공적분(cointegration)검정이 있고 변수간 상호영향력 분석을 위한 VAR 모형을 이용한 예측오차의 분산분해기법으로 연구를 하였다. 본 연구의 중요한 결과들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간의 상관계수는 금융위기 전후로 0.896612으로 강한 양(+)의 상관관계에서 0.673477로 다소 약화된 양(+)의 상관관계로 변화된 것을 나타내 주고 있다. 둘째,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의 원시계열 상태에서의 안정성검정 결과 불안정적인 것을 알 수 있었다. 셋째,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의 1차 차분시계열자료에 안정성검정 결과에서는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 모두 안정적으로 나타났다. 넷째,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간 공적분 검정결과에 의하면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간에는 공적분 관계가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발견되었다. 다섯째, 한국의 대일본 수입액과 한국의 대일본 수출액 자료 간 상호영향력에 있어서 금융위기 이후로 대일본 수입액의 영향이 확대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This study is an empirical study on the effects between the export volume and the import volume around the international financial crisis. We examine the interdependence of the export volume and the import volume around the international financial crisis for 105 monthly data from August 1998 to April 2007. We employ Granger causality, impulse response function based on VAR model as well as variance decomposition after unit root tests and cointegration test. The finding that many macro time series may contain a unit root has spurred the development of the theory of non-stationary time series analysis. Engle and Granger(1987) pointed out that a linear combination of two ro more non-stationary series may be stationary. If such a stationary linear combination exists, the non-stationary time series are said to be cointegrated. The stationary linear combination is called the cointegrating equation and may be interpreted as a long-run equilibrium relationship among the variables. The purpose of the cointegration test is to determine whether a group of non-stationary series are cointegrated or not. The vector autoregression(VARs) is commonly used for forecasting systems of interrelated time series and for analyzing the dynamic impact of random disturbances on the system of variables. The VAR approach sidesteps the need for structural modeling by treating every endogenous variable in the system as a function of the lagged values of all of the endogenous variables in the system. This research showed following main results. First, from basic statistic analysis, both the export volume and the import volume around the international financial crisis has unit roots, Second, there is at least one cointegration between them. In addition, we find that while the effect from the export volume and the import volume around the international financial crisis is relatively strong after the international financial crisis.

        • KCI등재

          한일 근대 신도(神道)사상 비교 ‒신도의 출현배경과 목적을 중심으로‒

          고남식 한국일본근대학회 2021 일본근대학연구 Vol.- No.72

          한국 신도(神道)와 일본 신도의 첫 번째 비교 관점은 신도의 구조적 체계에 관련된 궁극적 존재에 관한 것이다. 한국과 일본의 근대 신도사상에서 궁극적 존재가 등장한다. 근대 일본 신도의 최고신은 천황(天皇)으로 존재하고 한국 신도의 최고신은 구천상제(九天上帝)였던 강증산(姜甑山)과 관련된다. 다만 일본 신도에서는 아마테라스의 신성성이 천황에게 전가되는 형태이지만, 한국 신도에서는 구천(九天)의 상제가 신성・불・보살의 하소연으로 강세한다. 두 번째 비교 관점은 한국 신도와 일본 신도의 출현 배경이다. 일본 신도의 출현은 증대하는 외세의 영향에 대한 반대급부로서 상층부의 요청으로 출현했다면, 한국 신도의 출현은 무너진 신도의 회복과 강증산을 정점으로 하는 후천의 새로운 신도의 진법(眞法)에 기반하여 신적 존재의 구천상제에 대한 청원으로 해원과 보은으로 세계를 구하고 지상천국을 건설하려는 취지하에 신도가 주장되었다. 세 번째 비교 관점은 일본신도와 한국 신도의 형성과정이다. 일본신도는 천황의 명령에 의해 시행된 반면, 한국 신도는 최수운의 동학의 시기를 지나 강증산의 해원상생(解冤相生)의 종교운동에서 형성되었다. 네 번째 비교 관점은 일본 신도는 부국강병과 왕권확립이 목적이었다면 한국 신도는 지상천국(地上天國)의 건설이었다. The first comparison point is about absolute existence in relation to the structural system of Shinto. In the modern Shinto thought of Korea and Japan, the aspect related to the highest god appears in the same way. The modern Shinto of Japan is formed by the idea that the emperor is at the top, and the modern Shinto of Korea is the Shinto idea that in relation to Kang Jeungsan. In Japanese Shinto, it can be seen that the mythical existence of Amaterasu is transformed to the emperor into the supreme deity in response to the modern emperor. On the other hand, In Korean Shinto, The Supreme God are supposed to have descended into the human world by the appeal of the sacred, Buddha, and Bodhisattva from Ninth heaven. Second, we look at the background of the emergence of Shinto in modern Japan and South Korea. The background to the emergence of modern Shinto in Japan is that by the increased influence of foreigners on Japan a new order was built around the emperor. The background of the emergence of modern Korean Shinto thought is to restore the Shinto in order to save the world, and build the ideal world at the cosmic level. The third is process by which Shinto is established in Japan and South Korea. In modern Japanese Shinto is established by the royal government restoration grand order which was distributed in December 1867. On the contrary Korea's modern Shinto is built by people's religious movement by Choi Jewoo and Kang Jeungsan. Fourth, the purpose of modern Shinto in Japan is to integrate the nations centered on the emperor to achieve wealthy soldiers. For Korea, the purpose of modern Shinto is to build the ideal world of the future.

        • KCI등재

          소셜미디어의 미시적 이용 동기 연구 -한국과 일본 대학생의 비교 연구-

          박현지 ( Park Hyun-jee ), 박영배 ( Park Young-bae ) 한국일본근대학회 2019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65

          본 연구의 목적은 지리적·문화적 밀접한 관계에 있는 한국과 일본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소셜미디어의 ‘포스팅'고 ‘좋아요'란 미시적 이용 동기에 대한 심층적 해석을 제공하는데 있다. 연구 방법으로는 선행연구 및 (집단 및 개별) 심층면접을 통하여 소셜미디어 미시적 이용 동기를 추출하였으며, 추출된 변인에 대하여 통계적 분석을 적용하여 변인들의 타당성과 신뢰도를 확인하고, 성별, 나이, 등록과정별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한국과 일본대학생들인 소셜미디어 이용자들은 미시적 이용 동기를 통해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자신을 표현하며, 타인에게 인정받고 공감을 받는 메커니즘이 지속적으로 작동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측정 요인에 대한 기술 분석 결과, 한국의 경우 ‘포스팅'과 ‘좋아요'의 경우 모두 다 정보적 동기가 가장 높게 나타났으나, 일본의 경우 유희적 동기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본 연구에서 새롭게 추출한 감정적 동기는 한국과 일본 양국 모두에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소셜미디어가 이용자들에게 주는 감정적 요인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음을 보여 주는 새로운 증거라 할 수 있다. 하지만, 기존의 연구에서 가장 중요한 동기라고 조사되어진 관계적 동기가 한국과 일본 모두에서 낮게 나나났다. 이러한 결과는 다양한 소셜미디어의 등장 및 이용자들의 이용 동기나 지향하는 가치도 달라지고 있는 추세를 반영한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본 연구에서 새로운 동기 요인으로 추출된 인지적 동기의 경우 포스팅 동기에서 한국 이용자들은 높은 반면 일본은 상대적으로 낮게 조사되었다. 하지만 ‘좋아요' 동기의 경우 한국과 일본 모두 가장 낮게 나타났다. 본 연구 결과는 두 나라 대학생들의 소셜미디어 이용 동기를 새롭게 해석하는 단초를 제공할 수 있으며, 본 연구에서 분석한 미시적 이용 동기는 소셜미디어 영향을 살펴보는데 중요한 기준을 제시하고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vide an in-depth analysis of the micro-usage motives of social media for Korean and Japanese university students who are closely related to geography and culture. As a research method, social media micro-usage motives was extracted through previous research and (in-group and individual) in-depth interview. Statistical analysis was applied to the extracted variables to confirm the validity and reliability, respectively. As a result, it can be seen that the social media users, who are Korean and Japanese University students, showed the presence of themselves through micro-usage motives, express themselves, and are continuously operated by the recognition and sympathy of others. As a result of the statistical analysis on the measurement factors, in Korea, both ‘posting' and ‘liking' showed the highest informationAseeking motive, whereas the recreational motive was the highest in Japan. The newly extracted affectivel motive in this study was high in both Korea and Japan. This is a new proof of the affective factors that what social media gives users are becoming increasingly important. However, relational motive, which was considered to be the most important motive in previous studies, was low in both Korea and Japan. This result reflects the tendency of various social media to appear and motivate users to use or change their values. In the case of cognitive motive extracted as a new motive in this study, Koreans were higher in posting motivation, while Japan was relatively lower. But the relative motive was the lowest in both Korea and Japan. The results of this study can provide a new interpretation of the micro-usage motives for using social media among university students in the two countries, and the micro-usage motives analyzed in this study provides an important criteria for examining social media effects.

        • KCI등재

          한국과 일본 여성잡지 광고에 나타난 여성 이미지 분석 ‒ 글로벌 잡지와 로컬 잡지 비교를 중심으로 ‒

          오현숙,김유정 한국일본근대학회 2014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43

          이 연구의 목적은 글로벌 여성잡지가 한국과 일본 여성잡지 시장에 미치는 영향력과 그 차이를 살펴보는데 있 다. 즉, 한국과 일본의 글로벌 여성잡지와 로컬 여성잡지에 나타나는 광고의 제품 원산지와 카테고리 상의 차 이를 검토하고 또한 국가 간 글로벌 잡지와 로컬 잡지의 광고들은 어떠한 내용상의 차이가 있는지를 살펴보고 자 한 것이다. 이를 위해 2014년 8월에 발행된 일본 여성 잡지 4개와 한국 여성 잡지 4개를 선정하여 잡지 광고 에 대한 내용분석(content analysis)을 실시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한국 여성잡지가 일본 여성잡지에 비해 전반적으로 광고의존도가 훨씬 높음을 알 수 있었다. 둘째, 글로벌 여성잡지와 로컬 여성잡지의 광고 구성을 비교한 결과 글로벌 여성잡지가 로컬 잡지에 비해 다국 적 광고 비중이 높았다. 로컬 여성잡지의 경우 한국과 일본 발행 잡지의 경향이 서로 달랐는데 한국 로컬 잡지 는 다국적 광고주의 비율이, 일본 로컬 잡지는 국내 광고주의 비율이 훨씬 높았다. 셋째, 광고에 나타난 여성 이 미지의 분석결과, 글로벌 여성잡지의 경우 한국과 일본 모두 서양인 모델의 비율이 높고 섹시한 뷰티타입이 많 았다. 로컬 잡지의 경우 한국과 일본이 서로 다른 양상을 보였는데, 한국 로컬 잡지는 서양인 모델의 비율이 높 고 일본 로컬 잡지는 자국인 모델의 비율이 높았다. 이처럼 글로벌 여성잡지와 로컬 여성잡지는 내용 구성과 표현방식에서 차별적이었으며 로컬잡지의 그것은 국 가에 따라서도 차이를 드러냈다. 이 연구의 또 다른 발견은 한국과 일본의 로컬 여성잡지의 위상과 특성의 차이를 확인한데 있다. 상대적으로 역사가 짧은 한국 로컬 여성지들이 형식적인 면에서 글로벌 여성잡지를 모방하고 광고 수입도 다국적 광고주 에 상당부분 의존하는 반면, 일본의 경우 글로벌 여성잡지와 로컬여성잡지의 광고주, 여성모델의 인종 및 뷰티 타입이 확연히 달랐다. 한 사회의 잡지 시장의 역사와 사회문화적 인식에 따라 글로벌 여성잡지의 내용이 차별 적이라는 것은 그 사회적 영향력 또한 다를 수 있음을 예상케 한다. To examine the cultural differences in representing women's images in Korea and Japan, this study compared advertisements of Korean women's magazines with those of Japanese women's magazines. A content analysis was used for this research. The advertisements were content analyzed according to the categories such as product categories, product origins, race of models, beauty types, and dress types. For sampling, women's magazines were divided into global and local women's magazines as global women' s magazines tend to deliver different types of women's images compared to local women's magazines.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ed that women's images depicted in Korean local women's magazines are different from those in Japanese local women's magazines. On the contrary, the women's images shown in Korean global women's magazines were not much different from those in Japanese global women's magazines.

        • KCI등재

          한국과 일본 의료보험제도 비교연구 -본인부담률을 중심으로-

          정희정,송민정,이석원 한국일본근대학회 2011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31

          본 연구에서는 본인부담률을 중심으로 한국과 일본의 의료보험 제도를 비교하고자 한다. 사회보험 방식의 건강보험을 운영하는 국가들의 본인부담 사례 중 한국과 일본은 모두 의료보장유형으로서 국민건강보험제도(NHI) 유형을 채택하고 있다. 그러나 양국의 의료제도에서 본인부담률은 많은 차이를 보이고 있는데 OECD 자료를 보면 한국과 일본은 동일한 의료보장유형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한국이 본인부담률에서 일본의 두 배가 넘는 차이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차이의 원인으로는 우리나라의 경우 저부담-저급여의 체제로서 100%에 가까운 인구보장성(population coverage)에도 불구하고 일본에 비하여 비급여항목이 많고, 급여항목의 경우에도 법정본인부담률이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특히 중증 환자의 의료비 부담이 높고 본인부담상한제의 한계 등으로 인해 실질적인 본인부담률이 높게 나타나고 있다. 이에 반하여, 일본의 경우 대부분의 의료서비스가 의료보험의 급여대상이 되고 있기 때문에 법정본인부담률과 실질적인 본인부담률에는 큰 격차가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이와 같이 우리나라 의료보험의 높은 본인부담률은 의료보장체제의 형평성과 효과성 측면에서 취약성을 나타내고 있다. 따라서 본인부담률을 중심으로 일본 의료보험 제도를 살펴봄으로서 한국의 의료보험 본인부담률이 더 효과적으로 운영되기 위해 어떤 시사점을 줄 수 있는지를 본 연구를 통하여 알아보고자 한다. This study compares out-of-pocket payments for health care system of South Korea and Japan. South Korea and Japan, both have a types of health care as National Health Insurance (NHI) among countries, which are operating health insurance as social insurance system. However, these two countries have very different ratio of out-of-pocket payments in the health care system. According to OECD data, South Korea and Japan have the same type of health care, but South Korea's out-of-pocket payments are over twice difference than Japan's. The causes of these differences in South Korea is uninsured items in health care system. South Korea have a lot of uninsured items than Japan's, despite South Korea have close to 100% of population coverage as a low excresence-a low payment system. The out-of-pocket payments of court ratio is analyzed as high among the payment items. Due to practical out-of-pocket payment is higher expecially in high medical cost burden of serious care patents and limitation of out-of-pocket payments ceiling standard. In contrast, Japan have no great difference between out-of-pocket payment of court ratio and substantial out-of-pocket payment ratio, because the majority of Japan's medical services to be covered by medical insurance Thus, higher out-of-pocket payment ratio of South Korea health insurance is weakness for equity and effectively in health care system. Therefore, in this study suggesting to operate South Korea's out-of-pocket payment ratio more effectively through out-of-pocket payment for medical insurance system in Japan.

        • KCI등재

          한ㆍ일 외식소비자행동 특성 비교연구 -외식서비스품질 중요도, 불만족, 재방문의도를 중심으로-

          유두련 한국일본근대학회 2011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33

          본 연구는 우리나라와 일본소비자의 외식업체 이용실태, 외식서비스 품질에 대한 중요도, 외식 시 불만족요인과 재방문의도에 있어서 어떠한 차이가 있는가를 파악해 보는데 연구목적을 두고 있다. 본 연구를 위한 조사도구는 설문지이며, 본 조사는 대구지역과 일본 후쿠오카 현 내의 일반인을 대상으로 2009년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실시하였으며, 각각 총386부와 총341부를 분석에 사용하였다. 자료 분석을 위하여 SPSS WIN 프로그램을 적용하여, 백분율, 평균, 표준편차, t-검정, x2-검정 등을 실시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외식업체 이용실태 비교분석에서 한국인들은 주로 한식당을 방문하는 것에 비하여 일본인의 경우에는 다양한 외식업체를 방문하였으며, 외식동기에서 한국인의 경우 가족과 함께 라는 응답이 가장 높았으며, 일본인의 경우에는 가족과 함께, 기분전환, 다양한 음식 등에서 비슷한 수준으로 높았다. 동반자는 한국인 응답자에게서는 가족이 가장 많았고, 일본인 응답자는 가족, 친구, 혼자에서 한국응답자보다 비교적 높은 비율로 나타났다. 정보원에서는 한국응답자는 주로 친구 등의 인적정보원을 이용하는 반면에, 일본응답자는 가족이 가장 높은 비율로 나타났으나, TV등 광고를 이용하거나 전단지 유인물, 또는 인터넷 광고를 이용한다는 응답자가 한국인 보다 훨씬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서비스품질 중요도 비교분석에서는 한국과 일본응답자 모두에서 신뢰성이 가장 중요하다고 하였으며, 비슷한 중요도 순서로 나타났으나, 한국소비자는 반응성이 확신성 보다 더 중요하며, 일본소비자는 확신성이 더 중요하다고 응답하였다. 셋째, 서비스불만족에 있어서는 한국소비자의 경우 ‘음식 맛에 대한 불만경험', ‘음식가격이 적정치 않음'순으로 나타났으며, 일본소비자는 ‘음식제공 시간이 오래 걸린 적', ‘음식 맛에 대한 불만경험', ‘음식가격이 적정치 않음'의 순으로 나타났다. 넷째, 전반적인 재방문의도에서 한국소비자는 일본소비자보다 약간 높게 나타났다. 재방문이유에 있어서 한국소비자는 ‘음식 맛이 좋아서', ‘신뢰', ‘신속한 서비스'의 순으로 나타났으며, 일본 외식소비자의 재방문이유에 대하여 가장 높은 이유로서 ‘음식 맛이 좋아서', ‘신뢰'와 ‘가격이 저렴해서'의 순으로 나타났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difference in the importance of service quality, dissatisfaction, and repurchase intention in foodservices industry between Korea and Japan. For this investigation were analysed the responses of 386 interviewed from Daegu Province in Korea and the responses of 341 interviewed from Fukuoka in Japan. The SPSS/WIN version 19.0 was used to analyse collected data. The main results were as follows : 1) the Korean have visited Hansikdang mainly compared of the Japanese people to visit if they have visited a variety of balanced foodservices. In the eating motivation, companion, information for foodservices, Japanese have showed more diversity results than those of result of Korean. 2) In the comparative analysis of the importance of service quality in both Korea and Japan, respondents were most important reliability. 3) The highest score of the consumer complaints was about the taste in Korean respondents. In the case of Japan, The highest score of the consumer complaints was took a long time ever. 4) Overall revisit intention of the consumer in the case of Korea was slightly higher than in Japan. The reason for revisit to the consumer in the both case of Korea and Japan was 'Food tastes good ' Based on these results, consumer characteristics in foodservice were discussed.

        • KCI등재

          소셜미디어의 미시적 이용 동기 연구‒한국과 일본 대학생의 비교 연구‒

          박현지,박영배 한국일본근대학회 2019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65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vide an in-depth analysis of the micro-usage motives of social media for Korean and Japanese university students who are closely related to geography and culture. As a research method, social media micro-usage motives was extracted through previous research and (in-group and individual) in-depth interview. Statistical analysis was applied to the extracted variables to confirm the validity and reliability, respectively. As a result, it can be seen that the social media users, who are Korean and Japanese University students, showed the presence of themselves through micro-usage motives, express themselves, and are continuously operated by the recognition and sympathy of others. As a result of the statistical analysis on the measurement factors, in Korea, both ‘posting' and ‘liking' showed the highest informationAseeking motive, whereas the recreational motive was the highest in Japan. The newly extracted affectivel motive in this study was high in both Korea and Japan. This is a new proof of the affective factors that what social media gives users are becoming increasingly important. However, relational motive, which was considered to be the most important motive in previous studies, was low in both Korea and Japan. This result reflects the tendency of various social media to appear and motivate users to use or change their values. In the case of cognitive motive extracted as a new motive in this study, Koreans were higher in posting motivation, while Japan was relatively lower. But the relative motive was the lowest in both Korea and Japan. The results of this study can provide a new interpretation of the micro-usage motives for using social media among university students in the two countries, and the micro-usage motives analyzed in this study provides an important criteria for examining social media effects. 본 연구의 목적은 지리적·문화적 밀접한 관계에 있는 한국과 일본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소셜미디어의 ‘포스팅'고 ‘좋아요'란 미시적 이용 동기에 대한 심층적 해석을 제공하는데 있다. 연구 방법으로는 선행연구 및 (집단 및 개별) 심층면접을 통하여 소셜미디어 미시적 이용 동기를 추출하였으며, 추출된 변인에 대하여 통계적 분석을 적용하여 변인들의 타당성과 신뢰도를 확인하고, 성별, 나이, 등록과정별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한국과 일본대학생들인 소셜미디어 이용자들은 미시적 이용 동기를 통해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자신을 표현하며, 타인에게 인정받고 공감을 받는 메커니즘이 지속적으로 작동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측정 요인에 대한 기술 분석 결과, 한국의 경우 ‘포스팅'과 ‘좋아요'의 경우 모두 다 정보적 동기가 가장 높게 나타났으나, 일본의 경우 유희적 동기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본 연구에서 새롭게 추출한 감정적 동기는 한국과 일본 양국 모두에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소셜미디어가 이용자들에게 주는 감정적 요인이 점차 중요해지고 있음을 보여 주는 새로운 증거라 할 수 있다. 하지만, 기존의 연구에서 가장 중요한 동기라고 조사되어진 관계적 동기가 한국과 일본 모두에서 낮게 나나났다. 이러한 결과는 다양한 소셜미디어의 등장 및 이용자들의 이용 동기나 지향하는 가치도 달라지고 있는 추세를 반영한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본 연구에서 새로운 동기 요인으로 추출된 인지적 동기의 경우 포스팅 동기에서 한국 이용자들은 높은 반면 일본은 상대적으로 낮게 조사되었다. 하지만 ‘좋아요' 동기의 경우 한국과 일본 모두 가장 낮게 나타났다. 본 연구 결과는 두 나라 대학생들의 소셜미디어 이용 동기를 새롭게 해석하는 단초를 제공할 수 있으며, 본 연구에서 분석한 미시적 이용 동기는 소셜미디어 영향을 살펴보는데 중요한 기준을 제시하고 있다.

        • KCI등재

          근대기 일본 “중세(中世)문학”의 형상 창출 연구 -“일본문학사”와 “일본사”의 대조를 통해-

          엄인경 한국일본근대학회 2013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40

          본고는 ‘중세'나 ‘중세문학'을 둘러싸고 근대 국민국가 형성기부터 제국주의 시대에 이르기까지 ‘암흑'의 시대에서 ‘풍윤'의 시대로 가치가 전도되는 현상을 고찰한 것이다. 다시 말해 중세라는 시대나 중세문학에 대한 이미지 변화 사이에 내재된 문학사적, 시대적 배경이 무엇인지를 찾아 이러한 논리 파탄이 무엇을 의미하는지에 대해 파악하고자 한 것이다. 이는 1990년대 중반 이후 활발하게 논의되고 있는 일본문학사 기술과 일본문학의 정전(正典) 연구와 관련이 깊지만 이러한 연구는 문학사의 총론을 근대국민국가 비판이라는 문맥에 환원시키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그 논의의 시기도 1890년에서 1900년대 초로 한정되어 있다. 또한 각론의 경우에는 현재 일반화된 일본 고전의 대표작들을 근대의 시대적 문맥 속에서 정전으로 인식하게 된 과정을 추적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으므로 본 연구에서는 기존의 ‘일본문학사'나 ‘정전' 연구의 현황과 문제점을 살펴본 다음 시대적 편중 현상을 뛰어 넘어 근대국민국가 형성기에서 패전에 이르기까지 대량으로 간행되었던 ‘일본문학사'와 ‘일본사'를 통해 ‘중세'와 ‘중세문학'의 형상이 어떻게 창출되고 변용되었는지를 파악했다. 이를 통해 ‘중세'및 ‘중세문학' 이미지가 근대국민국가 형성기에 부정적이고 가치폄하적인 평가에서 1930,40년대 긍정적 인 입장으로 전환된 논리를 시대적 콘텍스트 속에서 도출함으로써 일본문학사의 논리 파탄과 그 요인을 규명해 보았다. ‘중세', ‘중세문학'의 이미지의 변용에는 문학성 자체의 문제 보다는 1890년대와 1900년대 초 국민국가 형성기의 천황제 가족주의국가와 연동된 근대국민국가 이데올로기에서 오히려 일본이 동양의 전통문화의 계승자로서 일본문학의 연속성을 강조해야 하는 제국일본 문학의 재구축이라는 시대적 요청 때문이었고, 이로 인해 ‘일본문학사'가 가지고 있는 논리의 파탄과 근대국민국가의 모순을 내재한 일본의 중세문학사를 파악할 수 있었다. In the west, where the modern academic studies began, ``The Middle Ages`` has the opposite images of the brilliant and positive images. The Middle Ages, between the glorious ancient civilization and the Renaissance, has the images of the darkness, so the Middle Ages could be called the Dark Ages, and it could be also ``the Death`` Ages because the Renaissance means a revival. Under the influence of this western perception, the early publications of ``the History of Japanese Literature``, which was published briskly since the 1890s in Japan, shows that the Japanese middle ages also has the negative images as the Dark Ages in the history, academy, and literature. This negative and self-depreciative images of ``the Middle Ages`` and ``the Middle Ages Literature``, built in the formative period of the nation-state, however, are not consistent up to now. The shift of the perception of the Middle Ages was made not after war (after 1945) but from 1930s to 1940s when Japan`s militarism reached its climax and Japan was at the 15-year war. By this time, the images of ``The Middle Ages`` and ``The Middle Ages Literature`` was changed to the fairly positive viewpoint. In this thesis, to go over the existing disproportionate studies on ``The History of Japanese Literature`` and ``The Armistice``, I grasped how the images of ``The Middle Ages`` and ‘The Middle Ages Literature`` had created and changed through ``The History of Japanese Literature`` and ``The Japanese History`` published from the formative period of the nation-state to the defeat, and through this study, by understanding the logic of shifting the images of ``The Middle Ages`` and ``The Middle Ages Literature`` in the periodical context, I grasped how the logic of ``The History of Japanese Literature`` went into the rupture and what the causes were.

        • KCI등재

          한일 근대 신도(神道)사상 비교 -신도의 출현배경과 목적을 중심으로-

          고남식 ( Ko Nam-sik ) 한국일본근대학회 2021 일본근대학연구 Vol.- No.72

          한국 신도(神道)와 일본 신도의 첫 번째 비교 관점은 신도의 구조적 체계에 관련된 궁극적 존재에 관한 것이다. 한국과 일본의 근대 신도사상에서 궁극적 존재가 등장한다. 근대 일본 신도의 최고신은 천황(天皇)으로 존재하고 한국 신도의 최고신은 구천상제(九天上帝)였던 강증산(姜甑山)과 관련된다. 다만 일본 신도에서는 아마테라스의 신성성이 천황에게 전가되는 형태이지만, 한국 신도에서는 구천(九天)의 상제가 신성ㆍ불ㆍ보살의 하소연으로 강세한다. 두 번째 비교 관점은 한국 신도와 일본 신도의 출현 배경이다. 일본 신도의 출현은 증대하는 외세의 영향에 대한 반대급부로서 상층부의 요청으로 출현했다면, 한국 신도의 출현은 무너진 신도의 회복과 강증산을 정점으로 하는 후천의 새로운 신도의 진법(眞法)에 기반하여 신적 존재의 구천상제에 대한 청원으로 해원과 보은으로 세계를 구하고 지상천국을 건설하려는 취지하에 신도가 주장되었다. 세 번째 비교 관점은 일본신도와 한국 신도의 형성과정이다. 일본신도는 천황의 명령에 의해 시행된 반면, 한국 신도는 최수운의 동학의 시기를 지나 강증산의 해원상생(解冤相生)의 종교운동에서 형성되었다. 네 번째 비교 관점은 일본 신도는 부국강병과 왕권확립이 목적이었다면 한국 신도는 지상천국(地上天國)의 건설이었다. The first comparison point is about absolute existence in relation to the structural system of Shinto. In the modern Shinto thought of Korea and Japan, the aspect related to the highest god appears in the same way. The modern Shinto of Japan is formed by the idea that the emperor is at the top, and the modern Shinto of Korea is the Shinto idea that in relation to Kang Jeungsan. In Japanese Shinto, it can be seen that the mythical existence of Amaterasu is transformed to the emperor into the supreme deity in response to the modern emperor. On the other hand, In Korean Shinto, The Supreme God are supposed to have descended into the human world by the appeal of the sacred, Buddha, and Bodhisattva from Ninth heaven. Second, we look at the background of the emergence of Shinto in modern Japan and South Korea. The background to the emergence of modern Shinto in Japan is that by the increased influence of foreigners on Japan a new order was built around the emperor. The background of the emergence of modern Korean Shinto thought is to restore the Shinto in order to save the world, and build the ideal world at the cosmic level. The third is process by which Shinto is established in Japan and South Korea. In modern Japanese Shinto is established by the royal government restoration grand order which was distributed in December 1867. On the contrary Korea's modern Shinto is built by people's religious movement by Choi Jewoo and Kang Jeungsan. Fourth, the purpose of modern Shinto in Japan is to integrate the nations centered on the emperor to achieve wealthy soldiers. For Korea, the purpose of modern Shinto is to build the ideal world of the future.

        • KCI등재

          일본인 여성결혼 이민자의 생애사 연구

          이정희 한국일본근대학회 2012 일본근대학연구 Vol.0 No.35

          일본인 여성결혼 이민자는 결혼동기가 타 출신국가와 달리 통일교를 통한 결혼이 많으며, 경제적인 면에서 타 출신국이 개발도상국인데 반해 일본은 선진국이고, 또 한일 교류의 역사적 복잡성을 볼 때, 독립적으로 연구될 필요성이 있다. 이에 따른 구체적인 연구문제는 다음과 같다. 첫째, 일본인 결혼이주여성의 생애과정이 어떠하였는지를 알아보고자 한다. 이들의 성장과정, 결혼과정, 결혼생활 및 이주적응과정을 통해 이들의 삶을 이해하고자 한다. 둘째, 일본인 결혼이주여성의 생애 과정에서 나타나는 적응에 도움이 되는 요인들을 찾아보고자 한다. 본 연구에서는 일본인 여성결혼 이민자의 한국생활 적응의 과정을 파악하기 위하여 통계청 자료와 선행 연구들을 통해 일본인 여성결혼 이민자의 거주실태를 알아보고 국제결혼 과정, 가족생활과 사회생활 적응의 특성을 살펴보았다. 그리고, 한국에서 이들의 적응과정의 경험을 보다 구체적으로 이해하고 그 의미를 파악하기 위해 생애사 분석을 통한 질적 분석을 시도하였다. 그 결과, 첫째, 일본인 결혼이주여성의 국제결혼 과정에서 본인의 국제결혼 선택에 대한 의지가 높았다. 둘째, 결혼이주여성들의 결혼생활 만족에서 초기적응에서 남편의 적극적 도움이 가장 중요한 것으로 드러났다. 셋째, 결혼이주여성들의 사회생활 적응에서 사회적지지 시스템의 의존도가 크다는 것이다. 넷째, 양국의 역사적 배경으로 인한 혼란들이 예상되었으나 이들의 삶에서는 단편적 삶의 일부였다. 다섯째, 이들의 자녀양육의 문제, 맞벌이 부부로서의 문제 등은 한국 일반가정에서 결혼생활의 주요한 이슈와 동일하다는 점이다. 이러한 결과를 통해 결혼 이주여성이 끊임없이 환경과 상호작용하는 존재이며 새로운 사람, 사회, 문화의 만남을 통해 자기를 확장하고 다시 자기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주체적인 존재임을 알 수 있었다. Korea has become a Multi-cultural society.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understand the Japanese immigrant wives` life history. Japanese immigrant wives are different from other immigrants of undeveloped or developing countries. Japan is economically a developed country and Japanese immigrant wives in Korea are producing through the c This study explores the Japanese immigrant wives` life history and the current issues and their efforts to adapt to Korean society. I have collected and analyzed the life history of Japanese immigrant wives producing through the Unification Church`s mass wedding and with the introduction of a friend. Analyzing the life histories is very meaningful way to reveal their experiences by women themselves. I have found the following facts. First, There is the indiviidual decision to the international marriage despite of objections. Second, It is important to their initial adaptation that Korean husband`s care and his family`s affection. They should play crucial roles as assistants until immigrant women settle and adapt to Korean society. Third, Social support system hold a very important position in their decision making. Fourth, History issues between Korea and Japan have had little impact on their life and existence. Finally, the issues of child-rearing and dual-income family is similar to that of Korean couples.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