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현장연구 : 코어운동을 병행한 스프린트와 점프 트레이닝이 중학교 야구선수의 근력, 근파워 및 배트 스윙 속도에 미치는 영향

        조성현 ( Sung Hyun Cho ),김광준 ( Kwang Jun Kim ),송홍선 ( Hong Sun Song ),문제헌 ( Je Heon Moon ),이용희 ( Yong Hee Lee ) 한국운동생리학회(구 한국운동과학회) 2014 운동과학 Vol.23 No.4

        본 연구는 중학생 야구선수(실험집단 10명, 통제집단 10명)를 대상으로 코어운동을 병행한 스프린트 및 점프 트레이닝이 근력과 근파워 및 배트 스윙 속도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 트레이닝에 따른 근력, 근파워의 변화가 배트 스윙 속도의 변화와 상관관계가 있는지를 분석하는데 목적이 있다. 실험집단은 코어운동을 병행한 스프린트 및 점프 트레이닝을 8주, 주 2-5회, 회당 약 40-60분 간 실시하였으며, 통제집단은 동일한 기간에 기존 전통적인 트레이닝(저항운동 및 인터벌 트레이닝)을 실시하였다. 두 집단 모두 트레이닝 전과 후 등속성 근력으로 각근력과 요부관절 근력을 측정하였고, 근파워는 윈게이트 테스트와 서전트 점프 및 제자리멀리뛰기를 측정하였으며, 배트 스윙 속도를 측정하였다. 트레이닝 후 실험집단은 통제집단에 비해 우측 슬관절의 체중 당 최대 신전 근력( p=.042), 요부관절의 체중 당 최대 신전 근력( p=.049), 서전트 점프( p=.046) 그리고 배트 스윙 속도( p=.019)가 유의하게 개선되었다. 트레이닝 후 체중 당 요부 굴근( r=.713, p=.021)과 신근의 변화( r=.669, p=.034), 체중 당 최대파워의 변화( r=.678, p=.031) 그리고 서전트 점프의 변화( r=.651, p=.042)는 배트 스윙 속도의 변화와 유의한 정 상관관계를 보였다. 따라서 코어운동을 병행한 스프린트 및 점프 트레이닝은 중학생 야구선수의 근력과 근파워를 향상시키며, 트레이닝에 따른 근력과 근파워의 향상은 배트 스윙 속도의 향상과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사료된다. 추후 본 연구의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후속 연구가 필요하겠다. We investigated the effects of sprint and jump training with core exercise on muscular strength, muscular power, and bat swing velocity in middle-school baseball players. Twenty middle-school baseball players participated in the study. The experimental group ( n=10) received a sprint and jump training with core exercise 2-5 times a week for 8 weeks and the control group ( n=10) received a traditional training with resistance and interval training 5 times a week for 8 weeks. We measured isokinetic muscular strength of knee and lumber as indexes of muscular strength. Muscular power was assessed by Wingate test, sergeant jump, and standing long jump. The bat swing velocity was also measured. After intervention period, peak torque % body weight of right knee extensor ( p=.042) and peak torque % body weight of lumbar extensor ( p=.049), sergeant jump ( p=.046), and bat swing velocity ( p=.019) were significantly improved in the experimental group compared with the control group. Also, there were a significantly positive association between change in peak torque % body weight of lumbar flexor ( r=.713, p=.021) and extensor ( r=.669, p=.034), peak power % body weight ( r=.678, p=.031), and a sergeant jump ( r=.651, p=.042) and change in bat swing velocity. These findings suggest that a sprint and jump training with core exercise may improve muscular strength, muscular power, and bat swing velocity. In addition, increased muscular strength and muscular power may improve bat swing velocity in middle-school baseball players. But additional research is needed to confirm this finding with a larger sample.

      • KCI등재
      • KCI등재

        일시적 근력 운동 후 동맥경직도 증가와 자율신경계 변화의 관련성

        안의수 ( E. S. Ahn ),윤은선 ( E. S. Yoon ) 한국운동생리학회(구-한국운동과학회) 2010 운동과학 Vol.19 No.3

        일시적 또는 지속적인 근력운동은 동맥경직도를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아직 그 정확한 기전에 대해서는 밝혀지지 않았다. 자율신경계 기능 저하는 동맥경직도 증가와 관련 있으며, 근력운동 직후에는 자율신경계 기능이 일시적으로 감소된다. 따라서, 본 연구의 목적은 일시적인 근력 운동 후 동맥경직도와 자율신경계의 변화를 살펴보고 두 지표간의 상관성에 대해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 대상은 평균 연령 21세의 남성 14명으로 하였다. 연구 설계는 한 피험자가 근력운동과 통제 처치를 두 번 모두 받는 교차설계로 하였다. 근력운동은 최대근력의 60%강도에서 8종목의 전신운동을 15회 반복, 2세트 실시하였으며, 통제 처치는 운동과 동일 시간 동안 누운 자세에서 휴식을 취하였다. 심박수, 혈압 및 동맥경직도 지표로서 경동맥-대퇴동맥 맥파전파속도와 대동맥 증폭지수를 측정하였으며, 자율신경계 기능 검사로서 심박수 변이도를 측정하였다. 모든 변인은 처치 전과 처치 후 20분에 측정하였다. 실험 결과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근력 운동 후 20분에 안정시 심박수, 대동맥 수축기 혈압, 경동맥-대퇴동맥 맥파전파속도 그리고 심박수 75박에서의 대동맥 증폭지수가 유의하게 증가하였으며, 부교감신경계 활성도의 지표인 RMSSD, NN50, pNN50은 유의하게 감소하는 결과를 나타내었다(p<.05). 근력운동 후, 동맥경직도와 자율신경계 변화와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 경동맥-대퇴동맥 맥파전파속도 변화값과 RMSSD 변화값이 유의한 음의 상관을 보였다(r=-0.39, p<.05). 결론적으로 본 연구 결과는 일시적 근력운동 후 증가된 동맥경직도는 자율신경계 변화, 즉 부교감신경계 활성도 감소와 관련이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 Although acute and chronic resistance exercise is associated with increases in arterial stiffness, the underlying mechanisms are not completely understood. Autonomic nervous system function is associated with arterial stiffnes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test the hypothesis that acute resistance exercise would increase arterial stiffness and this increased arterial stiffness would be related to changes in autonomic nervous system function. Using a randomized cross over design, 14 healthy young subjects(age 21±2 yrs, BMI 23.4±1.9 kg/m2) completed a resistance exercise session and a sham control session(rest in the exercise room) on two separate days. Carotid-femoral pulse wave velocity(PWV) and aortic augmentation index(AIx) were used as indices of arterial stiffness. Heart rate variability was used to assess autonomic function. Vascular and autonomic measures were made at baseline and 20 minutes after resistance exercise(8 exercises, 60% of 1 repetition maximal). There were significant increases in resting heart rate(59.2±2.6 to 80.4±3.1bpm), aortic systolic blood pressure(96.6±2.4 to 102.4±2.1mmHg), carotid-femoral PWV(6.07±0.3 to 6.36±0.2m/s), and AIx@75bpm(-15.3±3.4 to -0.07±3.3%)(all p<.05) after resistance exercise compared with sham control. The root-mean square of successive differences(RMSSD), number of RR intervals differing by greater than 50 ms(NN50), and percentage of NN50(pNN50) as an indices of parasympathetic modulation were significantly decreased after resistance exercise(p<.05). Also, change in carotid-femoral PWV after resistance exercise was associated with changes in RMSSD (r=-0.39, p<.05) after resistance exercise. These data indicate that arterial stiffness is increased following acute resistance exercise and changes in arterial stiffness are associated with changes in heart rate variability. This would suggest that increases in arterial stiffness following resistance exercise are associated with changes in autonomic tone.

      • KCI등재

        근력과 동맥경직도와의 관련성

        박수현 ( S. H. Park ),윤은선 ( E. S. Yoon ),정솔지 ( S. J. Jung ),제세영 ( S. Y. Jae ) 한국운동생리학회(구 한국운동과학회) 2011 운동과학 Vol.20 No.3

        박수현, 윤은선, 정솔지, 제세영. 근력과 동맥경직도와의 관련성. 운동과학, 제20권 제3호. 273-282, 2011. 근력은 심폐기능과 독립적으로 비만, 인슐린 저항성, 제 2형 당뇨병, 그리고 고혈압 유병률과 역 상관관계를 가지고 있다. 본 연구는 하지근력과 동맥 경직도와의 관련성을 조사하여 심혈관계 질환의 예방을 위한 근력의 중요성을 제시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본 연구는 건강한 중년(평균 41±12 yr)남 , 여(체질량지수 24.4±3.3 kg/m2) 59명을 대상으로 실시하였다. 측정변인으로는 신장, 체중, 체질량지수, 혈압(말초와 중심), 심폐기능과 하지 근력을 측정하였으며, 동맥경직도를 알아보기 위해 요골동맥에서 대동맥 증폭지수 측정하였다. 그리고 근력 측정은 등속성 근력 측정 장비를 이용하여 하지 근력 및 근지구력을 측정하였다. 근력에 따른 집단 간의 동맥경직도는 One-way ANOVA를, 근력과 동맥경직도와의 관련성을 알아보기 위해서는 상관분석을 실시하였다. 통계적 유의수준은 p<0.05 수준에서 검정하였다. 동맥경직도와 하지 근력의 관련성을 알아보기 위하여 대동맥 증폭지수(AIx)와 심박수 75박에서의 대동맥 증폭지수(AIx@75)의 상관관계를 살펴보았으며, 대동맥증폭지수는 각속도 60°/sec 우측 굴근력(r=-.371, p=.003), 각속도 60°/sec 좌측 신근력(r=-.298, p=.014), 각속도 60°/sec 우측 신근력(r=-.243, p=.038)에서, 심박수 75박에서의 대동맥 증폭지수는 각속도 60°/sec 우측 굴근력(r=-.341, p=.006), 각속도 60°/sec 좌측 신근력(r=-.253, p=.032), 각속도 180°/sec 좌측 굴근력(r=-.248 p=.035)과 유의한 음의 상관을 나타내었다. 또한 좌측과 우측의 하지 굴근력과 신근력의 차이가 동맥경직도와 어떤 관련성이 있는 지 알아보기 위하여 근력에 따라 low, middle, 그리고 high 세 집단으로 나누어 대동맥 증폭 지수의 차이를 알아본 결과 좌, 우측의 하지 굴근력(좌, p<0.05; 우, p<0.05)과 신근력(좌, p<0.01; 우, p<0.05)이 좋은 그룹이 낮은 집단에서보다 유의하게 낮은 대동맥 증폭 지수를 나타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의 결과를 종합해보면, 근력과 동맥경직도 간에나이, 말초 수축기 혈압, 심폐기능과는 독립적으로 유의하게 음의 상관관계를 나타냈으며, 근력이 낮은 집단은 근력이 높은 집단에 비해 유의하게 높은 동맥경직도를 보였다. 따라서 적절한 근력 트레이닝으로 인한 근력 향상은 심혈관계 질환의 유병률의 위험요인의 감소 및 예방을 위해 필요하다고 사료된다. Muscular strength is inversely associated with incidence of diabetes mellitus, hypertension, and mortality, and these associations are independent of associations with cardiorespiratory fitness.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muscular strength and central arterial stiffness. Augmentation index (AIx), muscular strength, and cardiorespiratory fitness (VO2max) were measured in 59 healthy male and female (age=41±12 yr, BMI=24.3±3.3 kg/m2). Height, weight, BMI, brachial blood pressure, central blood pressure were also recorded. Muscular strength was determined using isokinetic device (Biodex medical systems). Spearman correlations were used to determine the relationships between relative strength and arterial stiffness. One-way ANOVA were to determine different arterial stiffness each groups. There was a significant negative correlation between AIx and flexion 60°/sec right peak (r=-.371, p=.003), extension 60°/sec left peak (r=-.298, p=.014), extension 60°/sec right peak (r=-.243, p=.038), also AIx@75 and flexion 60°/sec right peak (r=-.341, p=.006), extension 60°/sec left peak (r=-.253, p=.032), flexion 180°/sec left peak (r=-.248 p=.035). lower limb flexor (left, p<0.05; right, p<0.05) and extensor (left, p<0.01; right, p<0.05) were significantly low level of AIx high muscular level group than low muscular level group. These results show that there is a significant inverse association between muscular strength and arterial stiffness independent of cardiorespiratory fitness. Also, low strength group increased significantly arterial stiffness than high strength group.

      • KCI등재

        고지방식이로 유도된 비만 마우스의 지방조직에서 일회성 운동이 대식세포 표현형 비율 변화에 미치는 영향

        백경완 ( Kyung-wan Baek ) 한국운동생리학회(구 한국운동과학회) 2018 운동과학 Vol.27 No.3

        PURPOSE: Exercise in known to inhibit M1 macrophage (M1ф) differentiation, and increase in M2 macrophage (M2ф) and inhibition of M1ф in adipose tissue are known to reduce obesity. However, studies on the effects of exercise are very limited and it has not yet confirmed whether the polarization of M1ф/M2ф actually changes. Therefore, I tried to confirm the M1ф/M2ф polarization in the real change in single bout of exercise. METHODS: Male C57BL/6 mice were divided into four groups; normal diet (ND) control (n=7), ND exercise (n=7), high-fat diet (HFD) control (n=7), and HFD exercise (n=7) groups. All exercise mice ran on a treadmill at 15 m/min for 60 minutes for single bout. All animals were sacrificed two hours after single-bout of exercise and adipose tissue was isolated. Adipocytes were extracted from isolated adipose tissue and FACS was performed. RESULTS: Single bout of exercise in high-fat diet induced obese mice did not actually increase M2ф polarization in adipose tissue. Rather, the expression of M1ф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that of the other groups. However, expression of M2ф-related genes (Arg1) was highest in HFD-EX compared to ND control and HFD control. CONCLUSIONS: Despite the increase of M1ф due to obesity, the expression of M2ф-related gene Arg1 was found to be increased by exercise regardless of the high-fat diet. These results suggest for the first time that a single bout of exercise can independently affect the change in M1ф/M2ф phenotypic ratio regardless of obesity or high-fat diet.

      • KCI등재
      • KCI등재

        장시간 운동이 성인 남성의 cTnT와 염증지표에 미치는 영향

        정태문 ( T. M. Jeong ),김영준 ( Y. J. Kim ),김미자 ( M. J. Kim ),소용석 ( Y. S. So ),문성진 ( S. J. Moon ),장성동 ( S. D. Jang ) 한국운동생리학회(구-한국운동과학회) 2011 운동과학 Vol.20 No.1

        본 연구는 사무직 중년여성을 대상으로 신체질량지수 차이에 따른 신체구성, 심폐기능, 건강관련 체력을 비교분석하여 사무직 중년여성의 건강관리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제공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본 연구의 대상은 행정관리 업무에 종사하는 연령 40~49세의 사무직 중년여성공무원 119명 정상집단(18.5 kg~22.5 kg/㎡) 41명, 과체중집단(23~24.9 kg/㎡) 40명, 비만집단(25~29.9 kg/㎡) 38명으로 나누어 신체구성, 심폐기능, 건강관련체력 검사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자료처리는 각 집단 간의 신체구성, 심폐기능, 건강관련 체력요인의 비교를 위하여 일원변량분석(one way ANOVA)을 실시하였고, 상관검증은 피어슨의 상관계수(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를 이용하였으며, 통계적 유의수준은 p<.05 수준으로 하였다. BMI 차이에 따라 신체구성에서 체중, 체지방률, WHR은 정상집단 과 매우 유의한 차이를 보이며 과체중집단(p<.001), 비만집단(p<.001) 순으로 높게 나타났으며, 과체중집단과 비만집단 간에도 비만집단이 유의한 차이를 보이며 높게 나타났다( p<.001). 심폐기능에서 FVC는 정상집단이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며 과체중집단(p<.05), 비만집단( p<.01) 보다 높게 나타났다. 건강관련 체력에서 체중당 악력은 정상집단과 유의한 차이를 보이며 과체중집단(p<.01), 비만집단(p<.01)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VO2max는 정상집단이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며 과체중집단(p<.05), 비만집단(p<.001) 보다 높게 나타났다. 앉아윗몸앞으로숙이기는 정상집단이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며 과체중집단(p<.05), 비만집단( p<.01) 보다 높게 나타났다. BMI와 신체구성, 심폐기능, 건강관련 체력 과의 상관관계에서 체중(p<.001), 체지방률(p<.001), WHR(p<.001), DBP(p<.05), SBP( p<.05), 체중당 악력(p<.01)과 정적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FVC(p<.01), VO2max(p<.001), 앉아허리앞으로숙이기(p<.01)와는 부적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의 결과에서 BMI가 높을수록 체중, WHR, 체지방률, 체중당 악력은 높고, FVC, VO2max, 앉아윗몸앞으로숙이기는 낮게 나타나 BMI의 차이가 신체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볼 수 있었으며, 이러한 관계는 지방과 관련된 신체구성 증가, 심폐기능 저하, 건강관련 체력의 기능 저하로 이어져 부정 적인 영향이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특히 장기간 동안 신체활동이 제한되어 생활하는 사무직 여성종사자들에게 미치는 영향은 더욱 클 것으로 생각되며, 이들에 대한 체계적인 건강관리가 필요할 것이다. This study aims to investigate exercise-inducing changes in Cardiad Troponin T(cTnT) as cardiac bio-markers, effects on serum lipids and inflammatory markers, and cTnT-influencing factors during one-time prolonged exercise. A sample of experiment consists of eight adult males. For one-time prolonged exercise program, target heart rate was kept with 42% for the first one hour of exercise, 60% after one hour, 80% after two hours. Total cholestrol, which is serum lipid, triglyceride, HDL-cholesterol and LDL-Cholesterol are measured. As inflammatory markers WBC, CRP are measured and the following results are obtained. LDL-C, WBC showed significant increase(p<.05) and TG showed significant decrease(p<.05) in exercising hours. Total-C, CRP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s in exercising hours. The concentration of cTnT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s in exercising hours but, three adult males showed an increase close to the level of Acute Myocardial Infarction(AMI) cut off, cTnT showed a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time(r=.432), WBC(r=.431), and heart rate(r=.431). As a result, this study indicates that one time prolonged exercise can induce an increase in cTnT as cardiac bio-markers among adult males who don`t exercise regularly, and it can also result in the risk of sudden death. Such a concentration of cTnT represents a significant correlation with the level of WBC and accordingly, cTnT increases significantly at higher level of WBC.

      • KCI등재

        복합운동이 전단계노쇠 고령 여성의 노쇠지표, 경동맥 경직도 및 탄성도에 미치는 영향

        장윤정 ( Yung-jung Jang ),김태규 ( Tea-kyu Kim ),박진기 ( Jin-kee Park ) 한국운동생리학회(구 한국운동과학회) 2020 운동과학 Vol.29 No.3

        PURPOSE: We studied the effects of combined exercise (CE) on frailty index, physical function, carotid artery (CA) distensibility, and beta-stiffness in pre-frailty older women. METHODS: A total of 27 pre-frailty older women (aged 70.6±4.0 years), who were divided into a control group (n=13) and a supervised CE group (n=14). The 12-week CE program (resistance and aerobic exercise) consisted of sessions 50 minutes in length 3 days per week under the supervision of an exercise specialist. Frailty index, blood pressure, physical function, and CA function were assessed. RESULTS: Frailty status showed a significantly (p=.001) group×time interaction. Also, physical activity (p=.019), walking speed (p=.049), and right grip strength (p=.040) showed a significantly group×time interaction. In the CE group, physical activity, walking speed, and right grip strength were significantly (p=.001, p<.001, p<.001) increased, and frailty state was significantly (p<.001) decreased 12-week. Left CA distensibility (p=.032), and beta-stiffness (p=.033) showed a significantly group×time interaction. In the CE group, CA distensibility was significantly (p<.05) increased, and CA beta-stiffness was significantly (p<.01) decreased after 12-week. CONCLUSIONS: In pre-frail older adult women, CE effectively improves frailty index, CA stiffness, and distensibility.

      • KCI등재
      • KCI등재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