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상담전문가 인력 현황 조사 연구 Ⅱ: (사)한국정신건강상담협의회 산하 학회 상담전문가들을 중심으로

          이형국 ( Lee Hyeong-kuk ) 한국상담학회 2017 상담학연구 Vol.18 No.1

          이 연구는 적정 수준의 교육과 수련을 통해 배출된 상담전문가들의 정확한 인력 현황을 조사하여 상담전문가 관련 정책과 지원방안 마련 및 자격의 효용가치 제고를 위한 개선방안 모색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하여 수행된 것이다. 이를 위해서 이 연구에서는 사단법인 한국정신건강상담사협의회 산하 한국상담학회, 한국상담심리학회, 한국기독교상담심리학회의 자격을 갖춘 이들의 종사현황과 근무현황 및 진로선택 만족도 등 상담전문가로서의 정확한 인력 현황을 조사하고, 관련의견들을 파악하여 상담전문가 지원에 대한 개선방안과 시사점을 얻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자격 소지자들을 대상으로 개발한 질문지 형태의 설문지를 통해 조사하였으며, 자격 소지자 12,698명 중 22.99%인 2,919명의 유효응답자(성별로는 남자 422명 여자 2,497명, 연령별로는 30대 이하 659명 40대 1123명 50대 이상 1,115명, 자격 수준별로는 1급 수준 상담전문가 431명, 2급 수준 상담전문가 2,488명)가 응답하였다. 조사 분석 결과 상담전문가들은 상담 및 상담 유관기관(62.3%), 교육기관(46.4%)등에서 84.0%가 상담 관련 현직으로 종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세부 취업현황을 살펴보면, 근무형태의 경우유/무기계약직이 43.8%, 프리랜서 등 시간제가 30.3% 등 74.1%가 불안정한 근무형태를 가지고 있었으며, 연소득의 경우도 통계청 기준 근로자 평균 연봉(2,841.6만원)에도 못 미치는 2,400만원 이하가 57.2%로 나타나 열악한 일자리환경에 다수가 노출되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상담전문가들의 진로선택 만족도는 3.45(5점 만점)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만족도는 소득, 근무형태, 직위 등에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불만족 사유로도 경제적 수입(86.1%), 사회 내상담자 및 상담 자체에 대한 낮은 평가 분위기(40.4%) 등의 순으로 나타났으며, 그 해결방안에 대한 의견으로는 질 높은 상담 관련 일자리 창출(26.6%), 근무 처우 개선(23.6%), 사회적 위상 확립(19.3%) 등을 개진하였다. 이 연구는 일부 상담 관련자격자에 한해 이루어진 연구를 일반화하여 상담전문가들의 인력 현황 관련 기초자료 확보를 전제로 시도된 만큼, 조사내용의 깊이나 결과분석 방법 등에 다소 한계가 있으나, 향후 상담전문가와 관련한 정책 입안 및 지원방안 등의 후속 연구의 좀 더 포괄적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후속 연구를 제안하고 있다.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find out precise manpower state of counseling specialists educated and trained appropriately, in order to utilize it as foundational data to support both counseling-related policies and counseling specialists by enhancing and managing value of the certificate. For the purpose, the counseling specialists of Korean Mental Health Counselors Association(KMHCA)-affiliated associations(Korean Counseling Association, Korean Counseling Psychological Association, Korean Association of Christian Counseling & Psychology) answered online questionnaire about employment condition, job satisfaction to gain implication and improvement plan for supporting them.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2,919(22.99%) out of 12,698 counseling specialists of KMHCA-affiliated associations, and they consisted of 422 male and 2,497 female on sex, 659 in 30s or less, 1,123 in 40s, 1,115 in 50s or more on age, and 431 first-leveled and 2,488 second-level on certificate level). As a results, 84.0% out of respondents worked in counseling-related institutions such as counseling institution(62.3%), and educational institution(46.4%), etc. In case of condition of employment, 74.1% out of the respondents were in unstable condition involving contract worker 43.8% and part-time job 30.3%. In case of income, 57.2% who answered “less than 24,000,000 won” out of the respondent were under the average annual income (28,416,000 won) of workers according to National Statistical Office. In spite of the research results, job satisfaction as a counselor was 3.45 on 5 Likert scale and was influenced by income, employment condition, position, and, etc. The reasons of the unsatisfaction included income problem(86.1%), socially underestimated state(40.4%) in order, and respondents stated solutions for the unsatisfaction as high-qualified job creation(26.6%), improved work treatment(23.6%), and establishment of social status(19.3%), etc in order. This study had limitations in both the depth of survey contents and the method of analysis, becau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gain foundational data about manpower sate of the counseling specialists and to generalize it. In spite of these limitations, it was suggested that this study can be used as a basic data for follow-up studies of policy making and supporting the counseling specialists.

        • KCI등재

          한국 기독(목회)상담의 역사와 연구동향

          유상희 한국기독교상담심리학회 2019 한국기독교상담학회지 Vol.30 No.1

          This study aims to retrospect the history of Christian(pastoral) counseling in Korea and analyze the current research trends of this field in order not only to review the development and current status, but also to present the future research suggests. For this purpose, this study makes periodical distinction of the history into three periods, the beginning period(1950–1979), the growing period(1980–1999), and the identity establishment period(2000–current) and presents major scholars and related institutions, associations, etc. in each period. In addition, this study analyzes 467 articles from 2010 to 2018, including both 288 articles in the Korean Journal of Christian Counseling and 179 articles in the Korean Journal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As a result, this study finds out that various research topics, objects, and methods/methodologies have been used in this period and presents the current status of the field and the future research suggestions. 본 연구는 한국 기독(목회)상담의 역사를 개관하고 최근 연구동향을 분석함으로 한국 기독(목회)상담의 변화와 현 상태를 고찰하고 향후 연구방향성을 제시하기 위함 이다. 이를 위해 본 연구는 한국 기독(목회)상담의 역사를 태동기(1950–1979), 성장기(1980–1999), 정체성 확립기(2000–현재)로 개관하고, 이 시기 활동한 주요학자들과 관련 학회 및 협회들을 포함한 다양한 기관들과 센터들의 현황을 정리하였다. 또한 한국 기독(목회)상담의 최근 연구동향의 분석을 위해 2010년부터 2018년까지 한국기독교상담심리학회의 「한국기독교상담학회지」에 게재된 288편의 논문과 한국목회상담협회의 「목회와 상담」에 게재된 179편의 논문을 합한 총 467편의 논문을 분석하여 정리하였다. 연구논문들은 논문의 제목, 내용, 초록, 키워드를 바탕으로 연구주제, 연구 대상, 연구 방법으로 분류되었으며, 그 결과 다양한 연구의 주제, 대상, 방법이 활용되었음이 나타났다. 이를 바탕으로 한국 기독(목회)상담의 현주소와 향후 연구방향성을 제시한다.

        • KCI등재

          한국상담심리학회 현황 및 발전방안에 대한 학회원들의 인식 Ⅰ: 학회 제반 활동에 대한 학회원들의 만족도 및 요구

          서영석,안수정,안하얀,이소연 한국상담심리학회 2019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31 No.4

          The Korean Counseling Psychological Association (KCPA) has strived to the promote academic development and professionalism of its members throughout the past half century. This study explored future development directions for the KCPA to promote efficient operation and growth amid social and environmental changes. To this end, a survey questionnaire encompassing nine areas was developed, following examination of research on the current status and development of academic societies within and outside of counseling, and to the current major activities of the KCPA. The survey was provided to members with KCPA certificates, with data collected from 926 individuals, representing 15.82 percent of the 5,779 eligible members. Using the Scientist-Practitioner-Advocate model, the findings were classified into four categories (academic activities as scientific societies, education and training activities, social justice/advocacy activities, and organizational operation). Based on the problem consciousness of the members revealed through the results, short-term and mid- to long-term development measures are discussed. 한국상담심리학회는 지난 반세기의 역사를 통해 상담의 학문적 발전과 학회원들의 전문성 증진을 위해 노력해왔다. 본 연구는 한국상담심리학회가 사회환경 변화 속에서 효율적으로 조직을 운영하고 보다 건강하게 성장하기 위해 미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국내외 유사 학회들과 다른 학문 분야의 학회에서 실시한 학회 현황 및 발전방안 연구와 한국상담심리학회의 주요 활동 내용을 참고해서 총 9개 영역에 걸친 설문 문항을 제작하였다. 자료 수집을 위해 한국상담심리학회 상담전문가 자격증(상담심리사 1급, 2급)을 보유한 학회원들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하였고, 자격 소지자 5,779명 중 15.82%에 해당하는 926명으로부터 자료를 수집하였다. 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과학자-실무자-옹호자 모델을 토대로 세 개의 범주(‘과학을 지향하는 전문 학회로서의 학술 활동', ‘상담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 및 수련 활동', ‘사회적 책무 수행을 위한 사회정의/옹호 활동')로 구분하고 ‘학회 조직 운영'을 추가하여 총 네 개의 범주로 기술하였다. 설문조사를 통해 드러난 학회원들의 문제의식을 토대로 학회의 단기 및 중장기 발전방안을 논하였다.

        • KCI등재

          초등학교 상담의 발전 방향에 관한 연구

          은혁기,이명현 한국초등상담교육학회 2020 초등상담연구 Vol.19 No.1

          This study aims to find the direction of development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For more than two decades, students, teachers and parents reviewed related studies to find out how elementary school counseling is perceived, and what demands or expectations are. Second, we found out how representative studies related to the development direction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have presented its direction for the past 20 years or so, and thirdly, how the Korea Elementary School Counseling and Education Association, a leading academic society, has played a role in the development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Fourth, based on the above three factors, the development direction of elementary school counseling was discussed in relation to the problem that has been proposed.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perception, demands or expectations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by students and teachers' parents have been improving, but they lack more counseling needs and professionalism and administrative support. Second, studies on the development and direction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have also been pointed out similarly over the past two decades. However, this has mainly focused on developing counseling teaching materials for elementary schools, and on developing counseling theory and techniques, and on how substantially these have helped students, teachers and parents on the scene should be verified again. Third, the Korea Elementary School Counseling and Education Association has been making a lot of progress over 20 years, and has contributed a lot to the development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Along with these developments, development will be needed to improve the expertise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which can be of real help to teachers and students at real educational sites. Fourth, the direction of development of primary school counseling should be reviewed and reorganized on the realistic basis of practical application and continuously improved so that it can be applied to the new elementary school site changes. 본 연구는 초등학교 상담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서 20여년 동안 학생과 교사, 그리고 학부모들이 초등학교 상담을 어떻게 인식하고 있는지, 요구나 기대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관련 연구들을 검토하여 알아보았다. 둘째, 초등학교 상담의 발전 방향과 관련된 대표적인 연구들이 지난 20여년 동안 그 방향을 어떻게 제시하고 있는지를 알아보았으며, 셋째, 대표적인 학회인 한국초등상담교육학회가 초등학교 상담 발전에 어떠한 역할을 해 왔는지를 알아보았다. 넷째, 위의 세 가지를 기초로 하여 앞으로 초등학교 상담의 발전 방향을 그동안 제시되어 온 문제와 관련하여 논의하였다. 연구의 결과를 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학생과, 교사 학부모들의 초등학교 상담에 대한 인식, 요구나 기대는 그동안 발전을 하였지만, 상담이 더 필요하고 상담할 수 있는 여건과 전문성, 행·제정적인 지원이 부족하다는 것이다. 둘째, 초등학교 상담의 발전과 그 방향에 관한 연구들 또한 지난 20여년 동안 유사하게 지적되었다. 그러나 이러한 것은 주로 초등학교 상담교재개발과, 상담이론과 기법의 개발 등에 초점을 두어 왔으며, 이러한 것들이 현장에 있는 학생과 교사들, 학부모들에게 얼마나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었는가는 것은 다시 검증할 필요가 있다. 셋째, 한국초등상담교육학회는 그 동안 많은 발전을 거듭하여 왔으며, 이로 인하여 초등학교 상담 발전에 많은 공헌을 하였다. 이러한 발전과 함께 실제 교육현장에 있는 교사와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초등학교상담 전문성 향상을 위한 발전이 필요할 것이다. 넷째, 초등학교 상담 발전의 방향은 실제적인 적용이라는 현실적인 기반 위에서 검토되고 재정리하여 새롭게 전개될 초등학교 현장의 변화에 적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야 한다.

        • KCI등재

          목회상담학의 최근 연구동향: 「목회와 상담」게재논문 분석(2001~2016)

          장미혜 ( Jang Mi Hye ), 정연득 ( Jeong Youn Deuk ) 한국목회상담학회 2017 목회와 상담 Vol.28 No.-

          본 연구의 목적은 목회상담학의 최근 연구동향을 파악하고, 앞으로 나아갈 연구방향을 제언하기 위함이다. 본 연구는 목회상담학의 잠재적인 연구영역을 발견하여 앞으로의 목회상담 연구를 위한 방향성을 제시함으로써, 한국교회와 한국사회를 위한 목회상담학 연구를 촉진시키는데 공헌하고자 했다. 이를 위하여 본 연구는 한국목회상담학회가 발행하는「목회와 상담」에 2001년부터 2016년까지 게재된 연구논문 250편을 분석하였다. 연구자는 연구대상으로 수집된 각 논문내용을 제목, 초록, 키워드를 중심으로 분석하고, 연구주제, 연구대상, 연구접근방법으로 분류하였다. 그동안 「목회와 상담」의 게재논문에서 다루어진 연구주제를 분석하기 위하여, 연구자들은 250편의 논문을 17개의 하위범주로 분류했다.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한 연구주제는“목회상담”과“정신역동”이었다. 두 주제는 전체 논문에서 42.8%를 차지하였다. 연구대상에서 높은 비율을 차지하는 항목은“목회상담”,“ 신앙공동체”,“ 신앙자원”이었고, 전체논문에서48.0%를차지하였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는 목회상담연구에 사용된 연구접근방법을 분석하였는데,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한 접근 방법은 전체 논문의 40%를 차지한 심리학적 접근방법이었다. 그 다음 순위가 17.2%를 차지한 성서·신학적 접근방법이었다. 특별히 성서·신학적 접근방법에서는 여성주의 목회상담이론이 강세를 보이고 있었다. 이는「목회와 상담」에 여성 목회상담학자들의 참여율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와 상관있는 결과로 나타났다. 이 외에도 본 연구는 그동안 「목회와 상담」의 게재논문에서 주요하게 다루어진 학자들의 이름을 조사하고, 심리학, 신학 및 철학, 목회상담 및 종교심리학의 세 분야로 분류하였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는 이러한 연구 결과를 토대로 한국 목회상담 연구의 발전방향을 논의하였다. 목회상담의 패러다임의 확대는 목회상담에서 다루어지는 연구주제에도 확장을 요청한다. 따라서 본 연구는 앞으로의 목회상담 연구가 문화적 다양성을 추구하며, 지역교회와의 소통을 위해 보다 적극적 관심을 가져야 함을 제언하였다. 목회상담연구는 삶의 정황에서 출발하는 연구로서, 구체적 사례를 일반화 해 나가는 방향성을 지양하고 국소적으로 작은 것이 가진 의미를 발견하는데 의의가 있다. 따라서 목회상담의 연구대상은 보다 세분화되고 구체적일 필요가 있음을 논의하였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는 목회상담의 연구접근 방법이 이론 연구 외에 다양한 연구방법론의 시도가 필요함을 제언하였다. This study intends to explore the current research trends in the field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and examines potential research areas as well as neglected areas in the field. Therefore, we expect that it will facilitate further discussions of the study and practice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The trends were identified by an intensive review of the articles published in the Korean Journal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KJPCC) from 2001 to 2016. Overall, 250 research articles were identified and classified into three content categories: research topics, research objectives, and research approaches, which were derived from the previous studies. In terms of research topics, the 250 identified articles were coded into 17 categories. The most popular topics were “Pastoral Counseling” and “Psychodynamics.” These two topics accounted for 42.8% of the articles published in KJPCC. The study also found that “Pastoral Counseling,” “Faith Community,” and “Spiritual Resources” were the frequently preferred research objectives. These three objectives accounted for 48.0% of the articles published. Moreover, this study collected a list of scholars` names cited in the published articles and categorized them into three areas that include Psychology, Theology & Philosophy, and Pastoral Counseling & Religious Psychology. In conclusion,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we recommend a paradigm shift in Korean Pastoral Theology and identify a potential future research direction for KJPCC. This study outlined that the study and practice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must consider pursuing cultural diversity, communicating with local congregations, and focusing more on unique outcomes discovered from specific cases that includes the reality of life rather than general cases. For that, this study suggests that framework broader range of research methodologies and theoretical frameworks be used in the research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 KCI등재

          한국상담심리학회 현황 및 발전방안에 대한 학회원들의 인식 Ⅱ: 포커스그룹 인터뷰 및 SWOT 분석 결과

          안하얀,이소연,서영석,안수정 한국상담심리학회 2019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31 No.4

          This is part of the study entitled “Members' perceptions of the Korean Counseling Psychological Association's current status and development plan,” which was conducted with the support of the 2019 KCPA Mid/Long-term Development Task Force Team. The researchers conducted focus group interviews with first- and second-degree certificated counseling psychologists. Through SWOT analysis we identified internal strengths and weaknesses, as well as external opportunities and threats potentially affecting the development of the association, and proposed mid/long-term development plans of the society. The results showed that 6 categories of internal strengths, 10 categories of weaknesses, 5 categories of external opportunities, and 5 categories of threats were derived. To prepare future development measures for the society to cope with changing internal and external environments, we developed SO (strengths-opportunities), ST (strengths-threats), WO (weaknesses-opportunities), and WT (weaknesses-threats) strategies, then reorganized the 16 strategies into implementation stages. Implications for the society and future research directions were discussed. 본 연구는 2019년도 한국상담심리학회 중장기발전TFT(Task Force Team)의 지원으로 수행된 ‘한국상담심리학회 현황 및 발전방안에 대한 학회원들의 인식' 연구의 일부 내용을 담고 있다. 본 연구에서는 상담심리사 1급과 2급 자격증을 소지한 학회원들을 대상으로 포커스그룹 인터뷰를 실시하였고, SWOT 분석을 통해 학회가 가지고 있는 내부 강점(Strengths)과 약점(Weaknesses), 그리고 학회 발전에 잠재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외부 기회(Opportunities)와 위협(Threats)을 파악한 후 학회의 중장기 발전방안을 제안하였다. 연구결과, 학회 내부 강점으로 6개 범주, 약점으로 10개 범주가 도출되었고, 학회 외부 기회로 5개 범주, 위협으로 5개 범주가 도출되었다. 변화하는 내적․외적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학회의 향후 발전방안을 마련하고자, SWOT 4요소를 토대로 SO전략(강점-기회 전략), ST전략(강점-위협 전략), WO전략(약점-기회 전략), WT전략(약점-위협 전략)을 수립하였으며, 수립한 총 16개의 전략들을 향후 학회가 단계적으로 실천할 전략들로 재구성하였다. 이를 토대로 학회에 대한 시사점과 후속연구에 대한 방향을 논하였다.

        • KCI등재

          한국 성경적 상담 운동의 현재와 미래를 위한 과제

          김규보 ( Kim Kyu Bo ) 한국복음주의상담학회 2019 복음과 상담 Vol.27 No.2

          이 연구의 목적은 성경적 상담 운동의 배경과 새 물결의 흐름을 살펴보면서 한국 성경적 상담의 현주소를 확인하고 향후 과제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다. 최근 성경적 상담은 북미 복음주의 기독교 진영 안에서 규모와 영향력을 점차 확장하고 있다. 북미에서 일어나고 있는 성경적 상담의 새 물결은 한국기독교에도 파장을 야기하고 있다. 현재 한국의 성경적 상담 운동은 전통적 성경적 상담을 넘어 진보적 성경적 상담으로 발전하는 과정에 있다. 한국의 성경적 상담 운동은 1세대 학자들이 성경적 상담의 개념과 가치, 원리를 소개하고(파종기), 1, 2세대 학자들과 실천가들이 학교와 기관 중심으로 성경적 상담의 싹을 틔우는 시기(육묘기)를 거처, 1, 2, 3세대가 함께 지역교회와 공공사회의 토양에 옮겨심기(이식기)를 시도하고 있다. 이 시점에서 한국 성경적 상담의 과제는 다음과 같다. 첫째, 성경적 상담 운동은 신학적, 기독교심리학적, 실천적 전문성을 갖춘 성경적 상담자를 양육해야 한다. 둘째, 성경적 상담 실천을 뒷받침하는 기독교 심리학적 이론 및 실천신학적 이론 연구가 발전되어야 한다. 셋째, 현장에서 활용 가능한 성경적 상담 방법 및 도구의 개발이 필요하다. 넷째, 지역교회와 전문기관 연대 및 공적 기능을 통한 지역사회와 소통으로 성경적 상담 운동의 확산을 야기해야 한다. This paper reviews the new wave of the biblical counseling movement and proposes tasks for the upcoming Korean biblical counseling movement. Biblical counseling recently has been gradually expanding its influence within the evangelical Christian camps in North America. The movement develops into the progressive biblical counseling, beyond the traditional perspective. This new wave has impacted on the Korean Christianity as well. The movement in Korea, initiated from evangelical schools and institutes, has introduced the concepts, values and principles of biblical counseling, and now seeks to embed them into local churches and the public. At this point, the tasks of Korean biblical counseling movement are as follows. First, a need is nurturing professional biblical counselors with expertise of theology, Christian psychology and counseling practice. Second, a task is to develop theological and Christian psychological theories (quantitative, qualitative research, and research methodology of doing psychology biblically), which support the practice of biblical counseling. Third, it is desirable to develop effective methods, counseling-structures, and tools available in the field. Fourth, creating the solidarity with local churches and social institutes, participants need to contribute to the spread of the movement of taking a role for the public faith in action. These proactive tasks would be the ready for the new wave.

        • KCI등재

          기독영성상담: 기독(목회)상담과 영성지도의 통합적 모델

          이주형 한국기독교상담심리학회 2019 한국기독교상담학회지 Vol.30 No.1

          This research initially facilitates the anthropological insights to propose the necessity of theoretical construction of new model of spiritual care ministry in Korean context. It makes endeavor to integrate two spiritual care models, Christian(pastoral) counseling and spiritual direction and attempts to introduce and establish theoretical foundations or characteristics of Christian Spiritual Counseling. It defines Christian Spiritual Counseling as synthetic and integrative model of spiritual care ministry, presupposed human healing and transformation should take place in spiritual locus. The Christian Spiritual Counseling pursues transcendence, integration, holistic, and simultaneity as its essential features seeking for the intimate relationship with God. The counselor is asked to equip with the presence of God and spiritual discernment for spiritual transformation and growth. For doing it, the notions of sabbath, mystery, silence, and contemplation are introduced as for the spiritual formation of counselor. Experiences circle is introduced as for the integrative means of spiritual discernment in the spiritual sense or awareness of the counselor. 본 소고는 문화인류학적 통찰과 제언을 통해 한국 상황에서 기독상담의 정체성과 소명이 보다 뚜렷해지기 위해 새로운 모델이 필요함을 주장한다. 한국영성상담학회를 중심으로 기독(목회)상담계에서 진행되어 온 상담과 영성 간의 건설적 통합 시도를 탐구하고, 미국을 비롯한 세계적 경향성과 방향을 탐색하면서, 한국의 사회 문화적 특징과 경험의 특수성을 고려한 기독영성상담의 이론적 토대구축을 시도한다. 기독교 영적 돌봄 사역의 변증적 발전 과정의 통합적 모델로서, 기독영성상담은 인간의 근원적 치유와 변화는 영적 경험이어야 함을 전제하고, 내담자의 심리–정서적 문제 해결로부터 출발하여 하나님과의 영적 친밀함을 추구하는 내담자가 하나님의 임재와 영적 분별력을 갖춘 상담가와의 대화와 소통을 통해 초월성, 전인성, 통합성, 동시성으로 특징되는 영적 변화와 성숙을 도모하는 사역으로 정의 내린다. 본 소고는 임재와 분별을 기독영성상담의 영성형성의 구성요소로 소개하고, 그 이론적 체계를 구축하였다. 상담가의 임재는 안식, 신비, 침묵, 관상을 그 구성요소로 하며, 기독영성상담가의 영적 감각과 인식은 경험원형도를 기반으로 체계화 된 분별을 구비할 것을 요청한다.

        • KCI등재

          한국여성의 수치심에 대한 목회상담학적 연구: 심리학적·신학적 고찰 및 목회적 돌봄의 전략을 중심으로

          임정아 한국목회상담학회 2019 목회와 상담 Vol.32 No.-

          This paper is a study of Korean women's shame from the perspective of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It investigates the psychological and theological aspects of Korean women's shame. Its study probes for strategies for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in the Korean context. From this study, shame that is more directly linked with human self-respect than any other emotions is argued to have a close relationship with sociocultural factors as well as personal ones. Therefore, for the healing of Korean women's shame, personal and structural approaches are needed. Traditionally, Korean society and culture have forced women to accept shame through the religious and family system. Women have lived to deny their own femininity and to think of their body as impure. For the healing of Korean women's shame through pastoral care and counseling, I propose that each local church should be a kind of alternative family system for Korean women who have suffered within the patriarchal family system. As a result, five strategies are suggested for pastoral care in the Korean context pastoral care through empathy and mirroring, pastoral care through deconstructive listening to the story and reinterpretation it, pastoral care through the local community, pastoral care through religious experiences, and finally, pastoral care through designing a change to church structure. 본 논문은 한국여성의 수치심에 대한 목회상담학적 연구로서, 한국여성의 수치심에 대하여 심리학적, 신학적인 측면에서 고찰하고, 고찰의 결과를 한국의 목회상담 및 목회적 돌봄에 구체적으로 어떻게 적용할 것인지 모색해보기 위한 것이다. 필자는 본 연구를 통해, 다른 어떤 감정들보다도 인간의 자기존중과 가장 직접적으로 맞닿아있는 수치심이 단순히 개인적인 차원의 감정이 아닌 사회문화적 요인과 밀접하게 연관되어있는 감정임을 확인하였다. 따라서 한국여성의 수치심을 치유하기 위해서는, 개인적 차원의 접근방법과 함께 개인에게 수치심을 조장하는 한국의 사회문화에 대한 구조적 차원의 접근방법이 수반되어야 함을 강조하였다. 한국의 전통적인 사회문화는 종교 및 가족체계를 통해 여성들에게 수치심을 조장하고 강요함으로써, 여성들로 하여금 자신의 여성성을 부인하고 자신의 몸을 폄하하면서 살아가도록 한 측면이 있다. 그러므로 한국여성의 수치심을 치유하기 위하여, 필자는 각 지역교회들이 그동안 가부장적 가족체계 속에서 고통당해온 한국여성들을 위한 일종의 대안적 가족체계가 되어주어야 함을 주장하였다. 마지막으로, 필자는 한국여성의 수치심 치유를 위한 목회적 돌봄의 전략으로서, 공감에 기초한 목회적 돌봄의 제공, 죄책감의 신학에서 수치심의 신학으로의 신학적 전환, 교회 자체가 또 하나의 대안적 가족공동체로서의 기능을 제공, 영성을 통한 수치심의 치유, 교회의 구조적 변화를 도모하는 목회적 돌봄의 제공 등을 제안하였다.

        • KCI등재후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대응 심리지원을 위한 한국상담학회 긴급 전화상담 및 인터넷 게시판 상담의 운영 내용 분석

          한재희 ( Han Jae Hee ), 김세영 ( Kim Se Young ), 이정인 ( Lee Jung-in ) 한국상담학회 2020 상담학연구 사례 및 실제 Vol.5 No.2

          본 연구의 목적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심리방역 서비스의 일환으로 진행된 한국상담학회 긴급전화상담 및 인터넷 게시판 상담의 일반적인 운영과 상담 내용을 분석하여, 감염병 관련 긴급 상담지원체계 마련에 근거가 될 수 있는 기초자료를 제공하는 것이다. 한국상담학회의 긴급 전화 및 인터넷 상담은 정부 차원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이 발표된 2020년 3월 21일부터 생활방역으로 전환되어 ‘생활 속 거리두기'가 시행된 2020년 6월 30일까지 운영되었으며, 총 345건(긴급 전화상담 278건, 인터넷게시판 상담 67건)의 상담이 진행되었다. 긴급 상담 서비스의 운영과 상담 내용 분석을 위해, 기간 내 진행된 모든 사례에 대해 χ2검증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상담 매체, 운영 기간, 요일, 시간 등 운영의 전반적 경향에 따라 상담 빈도에 유의한 차이가 확인되었으며, 방역 수준(사회적 거리두기,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전화상담의 심리문제와 생활문제 호소 내용에서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났다. 특히 심리문제별생활문제 호소 내용을 방역 수준으로 구분해 살펴본 결과,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는 건강에 대한 염려와 직장 및 학업의 어려움으로 불안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았으며, 생활 속 거리두기 기간에는 건강 염려로 인한 불안과 직장 및 학업의 어려움으로 인한 분노가 상대적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상의 결과를 토대로 감염병 대응 심리방역을 위한 보다 효과적인 전화상담 및 인터넷 상담 지원체계 마련과 시스템 운영, 상담자 훈련 프로그램 구성 등에 고려할 수 있는 시사점을 제공하고 논의를 진행하였다. The aims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general operation and counseling contents of the Korea Counseling Association hotline and online counseling conducted as psychological support for Covid-19, and to provide basic data for preparing a support system for hotline for infectious diseases. The Korea Counseling Association hotline and online counseling were operated from March 21, 2020 to June 30, 2020, and a total of 345 counseling (hotline: 278 cases, online counseling: 67 cases) were conducted. For the operation of counseling and analysis of counseling contents, χ<sup>2</sup> analysis was conducted for all cases within the period. As a result of the study, significant differences were found in the frequency of counseling according to the counseling medium, counseling period, day of the week, and time. In addition, according to the level of government control for Covid-19,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in the psychological problems of the Hotline and the contents of problems in the life. In particular, as a result of confirming the contents of counseling according to the level of government control for Covid-19, there were differences the psychological difficulties experienced and the stress in the life. During the period of strong government control, there were many counseling for anxiety due to health concerns and difficulties in work and study. However, during the period of weak government control, anxiety about health and anger from work and study were high. Based on the above results, the considerable implications for providing more effective hotline and online counseling support systems and the development of counselor training programs for psychological prevention against infectious diseases and discussions were presente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