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기후변화대응을 위한 국내외 산업개발 동향 및 기업경영활동

            이수열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09 경영경제연구 Vol.32 No.3

            기후변화는 21세기 가장 중요한 화두 중 하나로 공학, 환경문제를 넘어 경영, 경제의 핵심이슈로 자리잡았다. 기후변화가 직, 간접적으로 기업경영과 비즈니스에 미치는 영향이 증가하면서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기업활동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지만 학술적인 접근은 이제 태동기에 머무르고 있다. 본 논문은 기후변화가 기업경영에 영향을 미치는 메카니즘을 정리하고 기업의 기후변화대응활동 현황을 분석한 연구이다. 기후변화는 규제 및 정책, 경쟁시장, 금융, 물리적 변화를 통하여 기업경영에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알 수 있었고 기후변화대응에 따른 다양한 산업개발이 이루어지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였다. 우리나라 기업의 대응활동을 분석한 결과는 전반적으로 소수의 기업이 기후변화대응활동을 전개하고 있지만 기후변화를 신규 비즈니스 창출의 기회로 인식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기후변화와 기업경영에 대한 실무적, 학술적 관심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를 확인하였으며 향후 기업의 인식과 대응활동이 확산되면 보다 정량적이고 체계적인 연구의 필요성을 시사하고 있다.

          • 전문경영인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에 미치는 영향

            천미림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15 경상논총 Vol.7 No.2

            본 연구는 한국기업들의 복잡한 지배구조를 고려하여 전문경영인이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은 지속가능성을 제고하기 위한 필수적인 활동으로 평가되고 있으며 국내외 많은 기업들이 이를 전략적으로 활용하고 있는 추세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의 수준은 경영자 CSR에 대한 관심과 의지에 의해 이루어진다. 그런데 우리 기업의 상당수는 지배주주가 있거나 지배주주가 직접지분을 보유하지 않고 있다 하더라도 계열사 지분을 보유함으로서 간접적으로 경영의사결정과정에 중대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지배주주가 다수계열사의 지분을 보유할 때 해당기업의 주주와 상충되는 이해관계가 발생할 수가 있는데, 이 경우 해당기업의 부의 극대화보다는 자신의 사적인 이익을 추구하는 경우가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기업이 전문경영자 또는 소유경영자에 의해 경영되는지 그리고 전문경영자에 의해 경영이 된다 하더라고 소유주의 경영개입이 어느 정도인지에 따라 사회적 책임에 대한 투자 규모나 범위에 상이한 결과가 나타날 수 있다는 가설을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전문경영자가 경영하는 기업일수록 사회적 책임활동의 수준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소유주인 지배주주의 경영개입정도가 클수록 유의성이 감소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기존 선행연구들이 대리인이론에 근거하여 경영자 지분율이 대리인비용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것과 달리 외형적으로는 소유와 경영이 분리되어 있더라도 실직적인 통제권에 의해서 사회적 책임활동의 수준이 달라질 수 있다는 증거를 제시하고 있다.

          • 한국의 자유무역협정에 대한 개관

            이창형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13 경영경제연구 Vol.36 No.2

            작금의 세계 경제는 FTA의 전쟁터라고 할 만큼 곳곳에서 FTA가 진행되고 있다.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자유무역주의 체제의 기본질서였던 GATT체제와 WTO체제를 이끌어 왔던 미국이나 서유럽의 선진국들도 이러한 지역경제 블록의 형성을 주도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G20 정상들은 회의에서 자유무역주의를 부르짖고 있다. 참으로 아이러니칼한 상황이다. 왜냐하면 이러한 제도적인 경제통합은 가맹국들간의 상호 합의에 의하여 조건과 형태를 결정하는 폐쇄적 방식의 경제통합으로서 또 다른 하나의 비관세 장벽이다. 이는 국가간의 무역마찰을 심화시키고 경제블럭 사이의 보호무역주의를 강화시켜 세계경제의 악순환을 일으킬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경제블럭 내의 국가에 있어서는 경제성장으로 인한 고용창출의 효과와 빈부격차의 해소,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성장, 자원의 효율적 배분, 효율적 생산 증대, 복지후생의 증ㅋㅋ가 및 비교우위 산업으로의 특화 등 긍정적인 효과도 많다. 국토의 크기가 작고 부존자원이 풍부하지 않은 우리나라로서는 부의 축적은 성공적인 무역을 통하여 달성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이런 의미에서도 FTA는 우리에게 중요하고도 의미가 있다 하겠다. 따라서 현실의 세계상황에 뒤쳐지지 않도록 미리 대비할 필요가 있다. 이에 본 글에서는 한국과 주요 교역대상국인 미국, EU 및 중국, 일본 등과 여타의 국가들과의 현재까지의 FTA에 대한 추진방향과 문제점 등의 실태조사를 하고 이를 바탕으로 앞으로의 바람직한 개선책 등을 논의해 보고자 한다. Lots of FTAs are recently going on between countries and economic blocs in the world economy, as the battle field of FTA. After the World-War 2 U.S.A. and western european developed countries which insisted on the free-trade and was leading GATT and WTO are now trying to form regional economic blocs. Nevertheless the G20 summits are still emphasizing the free-trade at their meeting. It is really an ironical situation. Because this kind of institutional economic integration is closing and exclusive method and can create trade troubles, and strengthens the protectionism between the countries and economic blocs, and finally worsens the world economy. It is a kind of non-tariff barrier. The countries in the economic blocs, however, can get a lot of positive effects :i.e., economic growth, reduced unemployment due to economic growth, growth of large and medium sized enterprises, effective distribution of resources, effective production increase and welfare increment, specialization of the industries in comparative advantage, etc.…. As Korea is a small-sized and lack of production resources, it is the best way to accumulate the national wealth by export through trade. In that sense FTA is important and meaningful to us. We should be always awake to and preparatory for the FTA with other countries or blocs not to be behind the global economic situation. In this paper we are surveying the present and proceeding status of FTA between Korea and its main trade-partners U.S.A., E.U., China, Japan, and other countries. By Starting with this point of view we are trying to discuss the present and future problems about FTA.

          • 지역경제의 계량경제모형에 대한 연구

            김성태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19 경상논총 Vol.11 No.2

            본 논문에서는 지역경제의 제반 문제점을 분석하기 위하여 필요한 지역계량 경제 모형에 대하여 다양한 접근방법과 국내외 선행연구에 대하여 살펴보았다. 본 논문의 분석 결과, 특정 지역 계량경제모형이 모든 수요자의 지역계량경제모형에 대한 요구를 모두 충족시키지 못하므로 결국 지역 계량경제모형의 수요자의 필요에 따라 적절한 계량경제모형을 선택하여야된다는 것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첫째, GRDP 성장률, 지역 취업자 수 등 지역경제의 주요 변수들에 대한 예측(forecasting)이 관심사인 경우 시계열 모형을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이 경우 주요변수의 예측치의 평방평균오차(Root Mean Squared Error)에 근거하여 최적 모형을 선택한다. 둘째, 지역 단위의 정책 효과에 대하여 예측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경우 구조방정식 모형을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셋째. 지역 계량경제모형의 가장 큰 문제점은 자료 문제로부터 발생하는데 시계열 자료의 수가 부족한 경우 횡단면 단위가 여러 기간에 걸쳐 자료를 생성하는 패널 자료를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미중 복합경제전의 국제정치경제학적 의미와 전망 연구

            진정미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20 경상논총 Vol.12 No.2

            본 논문은 미중 무역 분쟁의 근본적인 원인을 패권국인 미국과 도전국인 중국 간에 전개되는 패권 경쟁 양상으로 설명하며, 이에 대한 이론적 분석은 주로 패권안정론, 세력전이론, 그리고 세계체제론 등 구조적 현실주의 시각에서 진행한다. 최근 미중 간에 전개되는 갈등은 미국의 경제적 압박에 대한 중국의 저항이 과거 미국에 대한 주요 무역흑자국가들이 취했던 행태와는 다르게 경제전반에 걸쳐 진행되며 그 강도 또한 매우 강력하다는 점에서 무역전이라기보다는 차라리 복합경제전에 가깝다고 볼 수 있다. 일반적으로 국가들이 상품과 서비스의 흐름을 제한하는 수단을 사용하여 자국의 무역상품과 관련된 경제적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벌이는 갈등을 무역전쟁으로 정의한다. 본 논문에서는 무역 갈등으로 시작되어 기술, 환율, 지적재산권, 인적교류 등 다방면에 걸쳐 전개되는 미중 간의 경제전쟁을 복합경제전으로 정의하며 그 본질을 미중 간 패권 다툼의 시작으로 보고 있다. 정치경제학적으로 볼 때 패권국의 경제력은 세계패권 장악의 물질적 기초이기 때문에 세계1대 경제대국과 2대 경제대국 간의 관계에서 핫스팟(hot spot)에 해당되는 근본적 충돌 영역일 수밖에 없다. 2년에 걸쳐 세계경제에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하며 진행되다 2020년 1월에 극적으로 1단계 합의를 도출한 미중 간의 복합경제전은 21세기 세계패권을 다투는 첨예한 대립의 서막을 올렸다.

          • 경영 패러다임의 변화

            김병태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17 경상논총 Vol.9 No.2

            경영패러다임은 어느 한 시대에 조직경영에서 나타나는 수많은 경영현상들을 인식하고 이해하며 통제하려는 관념의 체계로서, 환경의 변화에 새로운 인식의 틀, 즉 경영패러다임의 변화를 가져올 수밖에 없다. 경영의 기본이념/철학, 가치기준 및 상황적합적인 경영원리의 변화가 따라야만 한다. 오늘날 우량기업들에서 찾을 수 있는 새로운 경영 패러다임으로서, 이념경영의 대표적 표현인 황금원(golden circle),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넘어선 공유가치창조(CSV; Creating Shared Value), 인적자원관리의 평가체제는 ‘보상을 통한 동기부여'에 초점을 둔 상대평가와 ‘역량개발을 통한 인재양성'에 초점을 둔 절대평가 패러다임 등에 대해서 살펴본다.

          • 국가의 경제위기가 레저 지출에 미치는 영향

            가정혜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12 경영경제연구 Vol.35 No.2

            1997년 한국의 금융기위의 발생 이 전, 레저와 관련된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지출은 꾸준히 증가되어왔다. 갑작스런 국가의 경제적 위기는 가구의 소비와 사회계층의 변화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격변을 가져왔다. 일반적으로 레저에 관련된 지출은 가구의 소득수준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것으로 연구되었다. 본 논문에서는 대우경제연구소에 의하여 수집된 가구를 대상으로 한 패널 데이터를 이용하여 금융위기 이 전과 이 후의 소득수준 및 레저에 관한 지출을 분석하였다. 분석결과를 요약하면, 첫째, 국가적 경제위기는 가구의 소득 수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둘째, 이러한 소득 수준의 변화는 중간소득 및 하위소득 계층의 레저관련 지출에 현저히 부정적인 변화를 나타냈으나 고소득 가구의 레저와 관련된 지출은 경제적 위기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Prior the 1997 Korean financial crisis, there was a steady increase in leisure product expenditures. The sudden economic depression brought many unexpected upheavals in Korean lifestyles. Even though many Korean households suffered a negative change in spending power and social status, the general demand for leisure products remained high. It is hypothesized that leisure expenditure can be explained with income data. It is further hypothesized that high income households are the stable market for leisure products in times of economic uncertainty. The Korean Household Panel Data collected by the Daewoo Economic Research Institute prior to and after the financial crisis were examined in this study. The results indicated that the high income group constitutes the only stable market group with regard to leisure products.

          • 중국 경제의 위기 가능성에 대한 분석

            강대창,강명주 청주대학교 경영경제연구소 2008 경영경제연구 Vol.31 No.1

            이 논문은 올림픽 개최 이후 중국 경제가 위기에 직면할 가능성에 대해 분석하였다. 이를 위해 IMF의 위기 판단 지표를 사용하여 아시아 외환위기를 경험한 국가들의 경제지표와 최근 중국의 경제지표를 비교하였다. 그 결과 중국이 대외 불균형에 의한 경제위기를 맞을 가능성은 낮지만, 자산시장의 버블 붕괴에 의한 경제위기를 경험할 가능성은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나고 있다. 이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올림픽 이후의 중국 경제 향방을 전망하였다. 올림픽 개최 당시 개발도상국이었던 한국과 일본의 올림픽 개최 전후 거시경제지표 변화를 분석한 결과, 중국에서도 올림픽 이후 경제성장이 크게 둔화될 가능성이 높다. 중국 경제위기에 대응하여 금융시장의 위기가 한국으로 전염되는 것을 차단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 중국 리스크 분산을 위한 포트폴리오 관리가 필요하다. 또한, 높은 대중국 수출의존도를 낮추고 해외 신흥시장으로의 직접투자 다변화를 추진해야 한다. This paper analyzes the possibility of the Chinese economic crisis after the 2008 Beijing Olympic Games by using the IMF crisis evaluation index. Based on the analysis of a possible Chinese economic crisis, the paper outlook the Chinese economy after the Beijing Olympic Games. According to the analysis of the economic crisis, it is less probable that China faces an economic crisis due to the exterior disequilibrium, while it is more probable that China experiences an economic crisis owing to the bubble burst at interior asset market. On the top of this result, the paper forecast the Chinese economic outlook that China would encounter a sharp economic slowdown after the 2008 Beijing Olympic Games, from the inference of the economic trends of Korea and Japan in vicinity of the Olympic Games. The Korean economy could be hit by the hard landing of the Chinese economy.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