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교양과정에서 역사학 과목의 운영 현황 - 서울여자대학교와 여타 20개 대학교의 비교 -

          정연식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01 인문논총 Vol.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21세기 서울여자대학교 기독교 교육의 방향

          김기숙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01 인문논총 Vol.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학제간 통합교과목 운영사례 : 식물과 문화

          김인경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6 인문논총 Vol.29 No.-

          본 연구는 두 가지의 의미 즉 재배와 문화를 내포하고 있는 culture 에 대한 인식에서 출발했다. <식물과 문화> 교과목 프로그램을 구성 할 때 가장 중점을 두었던 점은 ‘plants’ 과 ‘culture’라는 두 단어의 관 계에 있었다. 현대사회에서 식물이라는 유형의 생명개체들의 재배 (culture)와 무형의 다양한 문화(culture)의 상관관계의 밀접함에 대해서 학생들에게 어떻게 흥미롭게 다가가게 할 것인가에 많은 비중을 두었다. 인간의 의미 있는 문화적 삶에 은유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다 윈의 도태, 선택, 생존경쟁과 같은 몇 몇 기초개념 이론들에서 보듯 이 증대하고 있는 자연과 문화의 연계성에 대한 관심과 더불어 문화 현상을 재조명할 수 있는 효과적인 강의로 나아가기 위한 목표를 설 정하였다. 과학인문학자인 브뤼노 라투르(Latour, 2009)는 근대주의 에서는 ‘인간’으로 규정되면 모든 권리가 부여되어 정치나 윤리의 영 역의 주체가 되고, 반면 ‘비인간’ 사물로 규정되면 모든 권리가 박탈 되어 과학의 영역으로 간주된다고 지적하였다. 이러한 주장에 대하 여 특히 생태학적 측면에서는 많은 논의가 있고, 자연과학과 인문사 회학의 융합 연구가 실행되고 있으며, 그에 따른 우수한 성과가 주목 받고 있다. 또한 자연과 문화의 연계성에 대한 관심은 과학기술학자 이건 인문학자, 사회과학자 그리고 자연과학학자인건 간에 공통적 으로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시대적 요구를 기반으로 한 학제 간 통합교과목 개발을 통해 학생들은 시대의 변화와 함께 개인적, 집 단적, 국가적, 세계적 문화의 변화 발전과정을 총체적으로 파악하는 능력을 배양할 수 있을 것이며, 인문학적 사유를 습득할 수 있는 기 회를 직접체험하게 될 것이다. 나아가 학생들은 현재의 다양한 문화 현상을 분석, 해석할 수 있게 되어 미래의 개척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을 것이다.

        • 학제간 통합교과목 운영사례

          김인경(In kyoung Kim)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6 인문논총 Vol.30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두 가지의 의미 즉 재배와 문화를 내포하고 있는 culture에 대한 인식에서 출발했다. <식물과 문화> 교과목 프로그램을 구성할 때 가장 중점을 두었던 점은 ‘plants’ 과 ‘culture’라는 두 단어의 관계에 있었다. 현대사회에서 식물이라는 유형의 생명개체들의 재배(culture)와 무형의 다양한 문화(culture)의 상관관계의 밀접함에 대해서 학생들에게 어떻게 흥미롭게 다가가게 할 것인가에 많은 비중을 두었다. 인간의 의미 있는 문화적 삶에 은유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다윈의 도태, 선택, 생존경쟁과 같은 몇 몇 기초개념 이론들에서 보듯이 증대하고 있는 자연과 문화의 연계성에 대한 관심과 더불어 문화현상을 재조명할 수 있는 효과적인 강의로 나아가기 위한 목표를 설정하였다. 과학인문학자인 브뤼노 라투르(Latour, 2009)는 근대주의에서는 ‘인간’으로 규정되면 모든 권리가 부여되어 정치나 윤리의 영역의 주체가 되고, 반면 ‘비인간’ 사물로 규정되면 모든 권리가 박탈되어 과학의 영역으로 간주된다고 지적하였다. 이러한 주장에 대하여 특히 생태학적 측면에서는 많은 논의가 있고, 자연과학과 인문사회학의 융합 연구가 실행되고 있으며, 그에 따른 우수한 성과가 주목받고 있다. 또한 자연과 문화의 연계성에 대한 관심은 과학기술학자이건 인문학자, 사회과학자 그리고 자연과학학자인건 간에 공통적으로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시대적 요구를 기반으로 한 학제간 통합교과목 개발을 통해 학생들은 시대의 변화와 함께 개인적, 집단적, 국가적, 세계적 문화의 변화 발전과정을 총체적으로 파악하는 능력을 배양할 수 있을 것이며, 인문학적 사유를 습득할 수 있는 기회를 직접체험하게 될 것이다. 나아가 학생들은 현재의 다양한 문화현상을 분석, 해석할 수 있게 되어 미래의 개척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을 것이다. This analysis began from the perception of Culture, which contains two meanings: Cultivation and culture. When we arranged the course on <Plants and Cultures>, we focused 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two words, ‘plants’ and ‘cultures’. We placed high importance on how to approach students in an interesting way explain the close correlation between tangible culture of living organisms and intangible culture in modern society. As Charles Darwin’s basic concept of elimination, selection, and survival of fittest were metaphorically referred to in meaningful human life, we aimed at an effective course to review cultural phenomenon including the growing interest on the connection between nature and culture. Bruno Latour a literati scientist, indicated that if one is defined as a ‘human’ in modernism, it becomes a subject to politics or ethics with all rights granted, while if one is defined as ‘non-human’ it will be deprived of rights and regarded as an area of science. Related to such argument, there have been many discussions especially on ecological side, and excellent achievements have been made on integrated analysis between natural science and humanities and social scientist. Also, there have been growing interests on the connection between nature and culture, commonly among scientific technician, humanities scholars, political scientists, and even natural scientists. Through the development of interdisciplinary integrated courses based on such need of the times, students can cultivate their ability to understand the changes of the world as well as the procedures of changes and developments of personal, collective, national, and global culture in general. In addition, they can attain humanistic thinking. Furthermore, having ability to analyze and understand different cultural phenomenon, they will be able to actively deal with the future developments.

        • 프랑스어 전공 교육과 서비스-러닝

          서정연(Jungyeon Suh)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8 인문논총 Vol.32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대학의 외국어 전공 교육에서 학습자의 자기 주도적 학습동기를 유발하며, 미래지식사회에서 전공 지식을 내재화하고 필요한 시민 역량을 기를 수 있는 교수·학습방법으로 서비스-러닝 활용을 제안하였다. ‘서비스-러닝’은 기존의 ‘이론-현장실습 연계’ 방식의 수업과 ‘지역 사회로의 전공 지식 나눔’의 사회봉사 프로그램의 성격을 더불어 갖는다. 따라서 학습자들이 지역 및 공동체 사회의 필요 성에 대한 인식, 사회의 시민으로서의 의무, 유연성 있는 의사소통 기술 습득, 성찰 학습 등등의 사회학적 교육효과를 전공교육과 함께 기대해 볼 수 있는 매우 유용한 프로그램이다. 본 연구는 서비스-러닝 교육방법론에 대해 소개하고, 이 방법론에 대한 선행 연구를 통해, 고등교육의 틀 안에서 기존의 현장실습 프로그램과 다른 이 프로그램의 차별화된 위상을 다시 재정의하였다. 마지막으로 4년간 진행된 대학 전공 프랑스어 수업의 서비스-러닝 적용의 타당성을 논하고 그 개선 안을 제안하였다. We propose the pedagogical methode of service-learning as an alternative one which permits students to developing their motivation for studying and also their competences and skills suited for the future society as competitive citizens. Our education should enable students to be eligible to live in a rapidly changing society. The most important thing is that these competences and skills should be practiced in the field rather than being taught in class. And these real experiences must be connected to schooling along with the renovation of curriculum. For this reason, we introduce service- learning program as the best way to foster students’ abilities because this program invites students to participate in community at first hand with their knowledge learned in the class. This study provides the example of how to apply service-learning to French language classes showing their gains and difficulties encountered during 4 years practices.

        • 《齊民要術》的詞彙硏究

          유 결(LiuJie)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8 인문논총 Vol.32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문장은 古時期的農書《齊民要術》를 연구대상으로 삼았으며, 본서의 어휘에 대해 간단한 개괄적 묘사와 분석을 하였다. 《齊民要術》의 어휘구성은 기본 어휘와 일반 어휘 및 농업특색의 농업어휘를 포함하고 있다. 본 문장은 기본 어휘와 일반어휘의 묘사와 분석을 통해 《齊 民要術》의 어휘 특징 연구와 中古時期의 어휘 현상을 살펴본다. 우리는 《齊民要術》의 어휘를 비교적 계통적이고 개괄적 분석을 통해 漢語 어휘사 연구에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이다. By taking Qi Min Yao Shu(齊民要術) as its object, this dissertation describes and analyzes the vocabulary of ‘Yao Shu(要術)’ with a light to reveal the aspect of ‘Yao Shu’’s vocabulary. We describes the basic vocabulary and common words of ‘Yao Shu’, and studies the new words and the agriculture words of ‘Yao Shu’. Though this article We attempts to provide some help to the study of the history of Chinese Language.

        • 1990년대 백제의 신발견 문자자료와 연구동향

          문동석(Moon Dong Seok)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09 인문논총 Vol.1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is study clarifies Baekje's Corpus of Characters was found between 1990's and 2000's. Corpus of characters, even though the term should be redefined as very often used recently, This study refers the corpus of Characters to ones carved on earthenwares, bricks, tiles, metal relics, woods, and stones founded in home and abroad. These classification can be classified more in detail according to the other situation. This study proposes task in order to study characters as below. It is very important things for Characters to decipher an old manuscript. The first, According to subjective point of view, the result lead to unexpectedly. it will be very useful to decipher the wood materials with infrared camera, which is recently used very often. The second, the old materials, that is founded in past, also, is very important, because, the result will be changed if the infrared camera applied to them.

        • 대중극의 재해석

          임수현(LIM SooHyun)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1 인문논총 Vol.21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Notre étude a pour objectif de comparer le théâtre "Huit Femmes" de Robert Thomas avec son adaptation cinématographique de François Ozon, pour en reconnaître les aspects spécifiques de ce texte et les modalités de sa nouvelle interprétation. Appartenant à la tradition du théâtre de boulevard des années soixante, Thomas met en scène, dans cette pièce, une famille bourgeoise en crise causée par la mort du "père" de la maison. Il s'agit d'une comédie policière, une enquête à suspense menée par les membres de la famille, les 'huit femmes'. L'originalité de cette pièce semble résulter de deux choses, d'une part de l'intrigue 'bien faite' avec nombreux coups de théâtre, à la Agatha Christie ou à la Alfred Hitchcock, et d'autre part, des figures originales des personnages féminins, qui s'impliquent entre elles, chacune se révélant une féminité particulière. Et contrairement à la plupart du théâtre de boulevard, Thomas nous dénonce la crise des valeurs bourgeoises - amour, famille, stabilité, classe, etc. -, parles mensonges et les hipocrisies de chaque personnage. Mê me si le dramagurge ne réussit pas à dépasser les limites du théâtre de boulevard, "Huit Femmes" comporte d'une certaine modernité, et c'est la raison pour laquelle le réalisateur François Ozon, reconnu pour son univers 'provocant' et 'insolent', choisit d'adapter cette pièce pour le cinéma. En comparant le scénario de Ozon avec la pièce de Thomas, nous pouvons distinguer deux aspects qui font l'originalité de son travail d'adaptation. Premièrement, nous pouvons parler d'une nouvelle interprétation des caractères qui leur donne plus de profondeur, plus de dimension et de contexte. Il semble que Ozon met plus d'accent sur les motivations psychologiques des 'huit femmes' et les rapports entre elles que sur l'identité du coupable. Ce faisant, il pousse jusqu'au bout la crise de la cellule familiale, en y interposant de nouveux conflits choquants comme l'homosexualité, l'inceste ou l'amour sado-masochiste. On peut dire que ce film est une sorte de parodie critique du théâtre de boulevard. Deuxièmement, Ozon designe son film comme 'anti-naturaliste' qui privilégie la stylisation et l'artifice cinématographiques. En réunissant les 'stars' du cinéma français, et en attribuant à chacune une scène musicale, ce film se déroule comme un jeu qui invite le spectateur à une nouvelle dimension du texte originel de "Huit Femmes". Enfin, la réussite mondial du film "Huit Femmes" résulte du fait qu'il modernise, par un travail créatif de la réinterprétation, les polémiques posées par le théâtre de Thomas. Cette adaptation serait un exemple significatif qui nous montre des rapports complexes entre le théâtre et le cinéma, entre le personnage et l'actrice, entre la réalité et le jeu et entre l'humour et la cruauté.

        • 이중목적어 구문 "V-어 주다"의 두 유형

          정용길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03 인문논총 Vol.11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엘로이즈(Héloïse, 1090?-1164)의 이름들

          박동찬(BAK, Don-Tchane) 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8 인문논총 Vol.32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우리가 알고 있는 엘로이즈(1090?-1164)와 아벨라르(1079-1142) 의 이야기는 중세를 산 두 연인의 사랑 이야기이며, 이 사랑 이야기는 이들이 주고받은 편지를 모아서 출판한 『서한집』(Lettres d‘Abélard et Héloïse) 속에 고스란히 들어 있다. 특히 이 『서한집』의 서두라고 할수 있는 첫 번째 편지, 아벨라르가 고백록의 형식을 빌어 쓴 <나의 불행의 역사>(Historia Calamitatim) 속에 그들의 사랑 이야기가 잘 그려져 있다. 우리는 이 논문을 통해 엘로이즈에게 붙여진 여러 수식어들을 통해 그녀에게 대해 우리가 가지고 있는 이미지들이 어떻게 형성되어 왔는지를 살펴보았다. 엘로이즈는 무엇보다 먼저 ‘중세의 여인’이었다. 사람들은 그녀를 통해 중세의 여성의 삶과 사랑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그리고 아벨라르와의 정열적이면서도 슬픈 결말의 사랑을 기억 하는 후세의 사람들은 그녀에게 ‘영원한 사랑의 엘로이즈’라는 이름을 붙여주었다. 우리가 1차적인 텍스트로 사용한 아벨라르의 <나의 불행의 역사>에는 엘로이즈에게 ‘중세의 여인, 엘로이즈’, ‘영원한 사랑의 엘로이즈’ 이라는 이름을 붙여줄 근거들이 가득하다. 엘로이즈에게는 중세이후 ‘현숙한 엘로이즈’(très sage Héloï̈se)라는 이름이 덧붙여져 있었다. 거기에는 엘로이즈가 인생의 후반기에 접어들면서, 수녀원장이 되어 덕성이 뛰어나고, 매우 헌신적이며, 종교적인 인물이 되었다는 것을 강조하려는 뜻이 들어 있다. 현대의 역사학자 조르쥬 뒤비(Georges Duby)는 이러한 시각에서 그들의 『서 한집』의 엘로이즈의 편지를 엘로이즈가 아닌 다른 사람이 대신 쓴 것이라는 가설을 내세우기도 했다. 정열적 여인이 개과천선하여 덕성이 많은 여인이 되었다는 시나리오로 탄생한 것이 엘로이즈에게 붙여진 ‘현숙한 여인’이라는 이름인 것이다. 우리는 이 논문을 통해 ‘중세의 여인’ 엘로이즈가 또 다른 두 이름, ‘영원한 사랑의 주인공 엘로이즈’와 ‘매우 현숙한 여인 엘로이즈’라는 이름들로 불리워졌던 배경을 확인해 보았다. 그러나 우리는 <나의 불행의 역사>를 읽고 답장의 형식으로 쓴 엘로이즈의 편지를 보며, 새로운 전망을 하지 않을 수 없다. 엘로이즈에게 ‘지성적 여인 엘로이즈’라는 새로운 이름을 줄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놓아야 한다. 『서한집』의 편지들에서 그녀의 지성에서 나온 그녀의 고유한 글쓰기를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관점에서 엘로이즈의 지성과 그녀의 글쓰기는 엘로이즈를 새롭게 이해하는 논의의 출발이 되어 마땅하다고 할 수 있다. Héloï̈se avait été l’amante d’Abélard dans sa jeunesse, elle voulait la rester pour toujours. Mê̂me après la castration d’Abélard elle lui vouait un amour éternel. Voilà, ce qui la fait la liberatrice de l’amour. Depuis, le nom d’Héloï̈se est attaché à l’amour éternel et passionnel. Georges Duby, dans son livre Dames du XIIe siècle, montre que déjà au Moyen Age, Héloï̈se était appelée ‘la très sage Héloï̈se’, comme une femme repentie et sauvée suivant la trace de Marie Madeleine. Ces deux noms d’Héloï̈se sont en effet deux interprétations de la vie d’Héloï̈se. Mais les trois lettres d’Héloï̈se qu’elle avait écrites après avoir lu <Historia Calamitatum> d’Abélard sont plein d’indices qui laissent l’appeler autrement; c’est à dire écrivain, une écrivain intelligente, audacieuse et consiente de sa féminité. Lorsqu’Héloï̈se a commencé à écrire, elle est sortie de son silence et a posé des questions à Abélard et à la société du Moyen Age. Ce qui est surprenant, c’est qu’elle y répond par son écriture-mê̂me, et annonce une future très avancée.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