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후보

        신탁의 종료, 변경, 합병 및 분할

        안성포 법무부 2009 선진상사법률연구 Vol.- No.48

        신탁은 비교적 장기간 존속하는 법률관계이다. 따라서 경제상황의 변화나 법제도의 개정 등에 의하여 신탁설정 시에는 합리적이었던 신탁조항이 불합리하게 되는 경우도 발생하고, 처음부터 신탁의 존속 자체가 신탁의 설정목적에 반하게 되는 경우도 일어날 수 있다. 이러한 경우에는 신탁을 변경하거나 종료할 필요가 있다. 본고에서는 법무부의 「신탁법」 개정시안 중에서 신탁의 종료, 변경, 합병 및 분할에 대하여 해설한다. 법무부의 「신탁법」 개정시안에서는 신탁의 변경에 관한 일반규정과 신탁의 합병 및 분할 규정을 신설하고, 신탁의 변경과 종료를 동일한 환경에서 규율할 수 있도록 규정을 정비한다. 그 결과, 신탁의 변경이 보다 유연하게 행하여지도록 함과 동시에 위탁자, 수탁자 및 수익자의 이익을 적절히 확보하여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신탁의 운용을 가능하게 한다. 법무부의 「신탁법」 개정시안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 1. 신탁은 원칙적으로 위탁자, 수탁자 및 수익자 전원의 합의로 변경할 수 있다. 2. 신탁행위 당시에 예견하지 못한 특별한 사정이 발생한 경우에는 위탁자, 수익자나 수탁자는 신탁의 변경을 법원에 청구할 수 있다. 3. 신탁의 합병과 분할에 관한 규정을 신설한다. 4. 신탁의 종료사유를 법정하고, 위탁자와 수익자의 합의로 언제든지 신탁은 종료할 수 있다. 5. 신탁종료 후에 잔여재산은 잔여재산수익자 또는 귀속권리자에게 귀속한다. 6. 수탁자는 신탁종료 후 신탁의 계산을 하여야 한다. 7. 유한책임신탁의 청산절차를 의무화하고 있고, 일반 신탁에서는 신탁행위 또는 신탁 관계자의 합의에 따라 청산할 수 있음을 규정하고 있다. A trust is a legal relationship to exist for a relatively long-time. Therefore, reasonable changes in the trust terms are sometimes needed for the efficient operation of them. This paper introduces the modification and the termination regulations from the Trust Act, drafted and proposed by the Ministry of Justice. In the draft, the regulations are developed and clarfied regarding the modification and the termination of the trust. Combination(merger) and division regulations are newly introduced. As a result, trusts are now subject to easy changes. The main contents of the draft are as follows: (1) A trust may be modified upon consent of the settlor, trustee and all beneficiaries(§ 98 ①). (2) Under the special circumstances unanticipated at the time of the trust creation or settlement, the settlor, the beneficiaries or the trustee may request any change thereto before the court(§ 98 ③). (3) A trustee may combine two or more trusts into a single trust or divide a trust into two or more separate trusts(§§ 89-96). (4) When the cause originally provided in the deed of trust occurrs, or the purpose of the trust is accomplished or becomes unattainable, the trust shall be terminated(§ 97). (5) A trust may be terminated at any time upon the consent by the settlor and all the benificiaries(§ 98 ①). (6) The trust property is transferred to the beneficiary or any of the specified persons due to the termination of trust(§ 100 ①). (7) In case where the trust is terminated, the trustee shall perform the last accounts on the trust affairs, and obtain the approval of the beneficiary, the trust manager or the spicified owner(§ 102 ①).

      • KCI등재

        UNCITRAL의 담보권 입법지침과 우리나라의 동산·채권담보법제

        석광현 법무부 국제법무과 2009 通商法律 Vol.- No.88

        최근 법무부는 "동산․채권 등의 담보에 관한 법률 제정안"("법무부안")을 성안하여 2009년 7월 공청회를 개최하였다. 법무부안은 우리 민법상 동산과 채권에 대한 질권과, 판례에 의하여 인정되고 있는 양도담보권과 달리 점유를 수반하지 않고 등기에 의해 공시되는 '동산등기담보권'과 '채권담보등기권'이라는 새로운 담보권을 창설하고 있다. 필자가 법무부안을 성안하는 과정에 참여하였음은 큰 보람이다. 여기에서는 2007년 12월 UNCITRAL에서 채택된 "담보권에 관한 입법지침"("입법지침")과 우리 담보법의 차이점을 살펴보고 우리 법에의 시사점을 논의한다. 이 글의 핵심은 입법지침과 우리 법의 차이점 및 우리 법에의 시사점(Ⅴ.)에 있다. 여기에서 필자는 담보권의 종류와 내용, 담보권설정자, 담보목적물, 담보권의 공시방법, 담보권의 우선권, 담보권의 효력이 미치는 범위와 대금, 담보권의 실행, 취득금융을 위한 담보권의 특별취급과 도산법제와 담보법제의 공조라는 논점에 관하여 우리가 지침으로부터 얻을 수 있는 시사점을 논의한다. 법무부안에 대하여도 간단한 논평을 한다. 법무부안의 가장 큰 혁신은 한국법상 처음으로 통상의 동산 및 채권담보의 공시방법으로서 새로운 등기제도를 도입하는 데 있다. 다만 이 점에서는 법무부에 앞서 법원행정처가 2007년 10월 채택한 "동산 및 채권의 양도등기에 관한 법률안"("법원안")도 다를 바 없다. 그러나 양자는 다음과 같은 차이가 있다. 즉 법원안은 동산등기에 동산을 인도한 것과 같은 효력을 부여하는데 이는 등기를 민법상 허용되는 기존 공시방법에 추가하여 새로운 공시방법으로 도입하는 것이다. 반면에 법부부안은 등기라는 새로운 공시방법을 도입함과 아울러 동산등기담보권과 채권등기담보권이라는 새로운 담보권을 창설하는 데 큰 의의가 있다. 이런 이유로 필자는 법무부안을 선호한다. 필자는 한국도 장래에는 미국식의 포괄적인 통일적 담보권의 도입을 고려할 필요가 있는데 그런 관점에서 법무부안은 과도기에서 일정한 역할을 할 수 있다. 그러나 채권의 양도에 관하여 법무부안은 담보권에 대해서만 적용되고 완전한 양도에는 적용되지 아니하는 단점이 있다. 즉 복수채권의 양도를 통한 금융거래의 경우 양도등기부에 등기함으로써 채권양도의 제3자에 대한 대항요건을 구비하는 것은 법원안에서는 가능하나 법무부안에서는 불가능하다. 남은 기간 동안에 법무부안이 좀 더 다듬어져서 가까운 장래에 국회를 통과하기를 기대해본다. Recently the Ministry of Justice of Korea has prepared a draft of the "Act on Security Interest on Movables and Receivables, etc."("MOJ Draft"" and held in July 2009 a public hearing on the draft statute to solicit comments thereon. The MOJ Draft purports to create a non-possessory security right called "movable registration security right" and "receivable registration security right", which is quite new to the existing Korean security law regime in that the security right will be made effective as against third parties by registration in the security registry to be newly introduced. It was my great pleasure and honor to participate in the drafting of the MOJ Draft as a member of the relevant committee. In this article the author reviews the major differences between the Legislative Guide on Secured Transactions("Guide") which was adopted by UNCITRAL in December 2007 and the existing Korean security law regime on movables and receivables and discusses the lessons we can draw from the Guide to improve the current Korean security law regime. In comparing the Guide and the existing Korean security law regime, emphasis is laid in particular on the types of security right, grantor, secured assets, publicity requirement and priority of security right, enforcement of security right, special treatment of security right for acquisition financing and harmony between insolvency law regime and security law regime. The author also makes several comments on the MOJ Draft. The most important innovation of the MOJ Draft is to introduce a new registration regime as a publicity requirement of security right on ordinary movables and receivables under Korean law. In this respect the draft of the "Act on Registration of Transfer of Movables and Receivables" prepared by the Office of Administration of the Supreme Court of Korea in 2007("Court Draft") is same as the MOJ Draft. However the MOJ Draft is different from the Court Draft in the below-described respect. Under the Court Draft, registration of movables has the same effect as delivery of the movables. In other words, the Court Draft will introduce the registration as a new publicity method in addition to the existing ones under the Korean Civil Code. Under the MOJ Draft, registration will also be introduced as a new publicity method. However, the MOJ Draft goes one step further and aims to create a new security right called "movable registration security right" and "receivable registration security right." For this reason, I prefer the MOJ Draft. The author believes that Korea will need to consider introducing in the future a uniform comprehensive security right as under the Uniform Commercial Code. From that perspective, the MOJ Draft could provide a transition stage for the future. However, the MOJ Draft has a weak point as well as compared with the Court Draft. The Court Draft enables the assignor of several receivables to make the assignment effective as against third parties thorough a single registration in the new registry, which is not possible under the MOJ Draft because the latter deals with security rights only. I hope that the MOJ Draft will be further refined and will pass the National Parliament in the near future.

      • KCI등재
      • KCI등재

        2008년 한국 상법개정안상 기업구조조정 제도의 변화

        김순석 法務部 商事法務課 2010 선진상사법률연구 Vol.- No.52

        The Ministry of Justice of Korean Government launched Special Committee for Korean Commercial Code revision project in order to provide for a better legal environment for Korean enterprises in July 2005. It held the first public hearing in July 2006 and announced its first Draft in October 2006, however, it was not completed. The MOJ prepared the second Draft in September 2007, and the third Draft in May 2008. This article deals with corporate restructuring system of the third Draft. The KCC is composed of five parts, which are General Principles, Corporate Action, Corporation, Insurance, Maritime Transportation. The third Draft covers General Principle, Corporate Action and Corporation Parts. Regrading General Principles and Corporate Action Parts, 11 articles were scheduled to be amended among 171 current articles, which amended 6.4% of current articles. Regrading Corporation Parts, 226 articles are scheduled to be amended among 575 current articles, which will amend 39.3% of current articles. The 2008 Revision puts an emphasis on Buyer's Side of M&A and introduces some Defensive Measures of M&A such as Warrant, Various Class Stocks, Liberalization of Stock Repurchase. Major Changes of 2008 Revision regarding M&A Buyer's Side can be classified into four categories, which are Deregulation of Merger Consideration, Freeze-out of Minority Shareholder by Controlling Shareholder, the Acceleration of Exchange Tender Offer through the Deregulation of Contribution in Kind, the Deregulation of Small Sized Business Acquisition. Major Changes of the 2008 Revision regarding defensive measures of target corporation can be classified into four categories, which are Warrant, Class Stock, Stock Repurchase, Pre-disclosure for the Allocation of Newly Issued Stock to the third Party. The Korean domestic corporation’s requests to streamline corporate regulation and to emphasize post monitoring rather than pre regulation for better business environment. Even though the 2008 Revision introduces various systems in order to accelerate equity financing and to facilitate corporate restructuring, it appears that supplemental measures should also be adopted continuously. For example, the provision on the freeze-out of minority shareholders by controlling shareholder does not stipulate legitimate compensations including control premium for minority shareholders. Also, the introduction of super majority voting requirement for bust up M&A needs to be reviewed. In addition, as it is not clear whether the right of defense against hostile M&A is included within the power of directors, it is necessary to stipulate expressly. Also, as defense measures against hostile M&A become strengthened, certain guideline shall be established to prevent the abuse of such measures. 법무부가 보다 나은 기업환경을 조성한다는 목표 아래 2005년부터 본격화한 상법 회사편의 개정작업이 벌써 6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2006년부터 입법예고되기 시작한 법무부의 회사편에 관한 상법개정안은 아직 개정작업이 마무리되지 못하고 있으며, 2008년 5월 7일 "상법 일부개정 법률안"(법무부공고 제2008-47호)으로 입법예고되어 현재 국회에서 계류 중이다. 2008년 상법 개정안 가운데 총칙ㆍ상행위편은 2010년 5월 14일 개정되었다. 회사편의 경우 2009년 2월 5월에n걸차 2차례 개정이 있었으나 아직 대부분의 조항을 검토 중이다. 상법개정안은 기업구조조정과 관련해서는 전반적으로 매수의 원활화에 비중을 두고 있다. 즉, 대상회사 주식의 현물출자에 대한 가액의 평가규제 완화함으로써 교환공개매수의 방해요인 제거하였다. 또한 다른 회사의 영업의 전부 또는 일부를 양수하는 경우 양수회사의 영업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경우 주주총회 특별결의 절차를 면제하였다. 현금교부합병을 허용하여 합병대가를 존속회사 또는 신설회사의 신주 이외에도 현금 기타 재산으로 유연화하였다. 또한 합병대가로 모회사의 주식을 지급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삼각합병을 허용하였다. 또한 95% 이상의 주식을 취득하는 경우 지배주주가 소수파주주를 퇴출할 수 있는 제도를 도입하였다. 방어 촉진책으로서는 종류주식을 다양화하여 방어적 주식제도의 도입하였으며, 자기주식의 취득을 원칙적으로 허용하였다. 특히 영미법상 warrant에 해당하는 신주인수선택권 제도를 도입하여 사전경고형 포이즌필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상법개정안은 자금조달을 원활화하고 기업구조조정을 촉진하기 위하여 여러 가지 제도를 도입하였지만, 앞으로도 계속 제도의 보완이 이루어져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도입된 소수주식의 전부취득제의 경우 소수주주에게 경영권 프리미엄 등을 포함한 정당한 보상문제에 대해서는 규정하지 않고 있다. 공개매수에서 부분매수제도를 운영하고 있는 현실에서는 고려가 필요한 부분이다. 또한 파탄적 M&A를 超多數決議要件을 도입하는 문제도 고려할 필요가 있을 것이다. 그 이외에도 이사회의 권한범위에 적대적 M&A에 대한 방어권이 포함되는지 여부가 명확하지 않으나 이를 명문으로 규정할 필요가 있을 것이다. 또한 방어수단이 강화됨에 따라 방어수단의 남용을 방지하기 위한 가이드라인의 제정이 필요한 실정이다.

      • KCI등재
      • KCI등재후보
      • KCI등재

        복합운송규정의 입법상 주요 쟁점 - 복합운송인의 책임관계를 중심으로 -

        박재홍 법무부 2010 선진상사법률연구 Vol.- No.52

        It is said that there came 'the era of the multimodal transportation' as a through transport system from door to door by a container. The mode of multimodal transport system has become dominant in our distribution industry. However, it is regrettable that the rules for a multimodal transportation are not organized and systematic in Korean legal system. For example, the regulation of multimodal transport which is based on FIATA B/L(or KIFFA B/L) as a multimodal transport document may not be considered stable or complete because some of the terms of FIATA B/L(or KIFFA B/L) may be found to be in contravention of the mandatory domestic laws or international conventions by local courts. On the August 3, 2007, the Ministry of Justice amended just one article in the Korean Commercial Code, which made a multimodal transport operator included in the Maritime Law section as the Korean Commercial Code Book Ⅴ. (The writer thinks it is a meaningful legal event as first step for legislation of multimodal transportation.)Unfortunately, it was insufficient to deal with the legal issues involving a multimodal transportation. These points have also been big issues in business and academic sectors,such as KIFFA and Korea Maritime Law Association for a long time. Therefore, it is a good news that the Ministry of Justice is recently working to amend an Act on the Multimodal Transportation. In the legislation of the multimodal transportation, a significant legal issue is how to provide legislative model, legal concept related to multimodal transportation and liability of multimodal transport operator. This article herein explains these points, especially, the concepts for multimodal transportation and the contract of the multimodal transportation in the legal part, and then deals with the liability regime and limitation of liability of the multimodal transport operator under the 'network liability system' or 'modified network liability system'. The writer expects that it is legislated as soon as possible because this bill will be contributed to make the multimodal transport industry stable and developed. 현대 물류산업은 컨테이너를 이용한 ‘문전간(door to door) 일관운송시스템’으로 대변되는복합운송이 보편화되어 있다. 그러나 복합운송에 관한 우리 법제도의 현주소는 물류산업의기반을 유지하고 견인할 만한 법적 인프라를 제공하는데 한계가 있다는 것이 중평(衆評)이다. 복합운송에 관한 대표적인 법규는 공법 분야의 「물류정책기본법」과 사법 분야의 「상법」제816조를 들 수 있다. 특히, 운송사법 영역에서는 복잡하고 다양한 복합운송 법률관계를규율하는데 「상법」 1개 규정만으로는 미흡하다는 비판이 제기되어 왔으며, 복합운송 현장에서도 국제조약 등을 모델로 하여 운송인이 일방적으로 제공하는 보통약관에만 의존하고있는 실정이어서 구체적인 화물손해사고에 관한 법적 분쟁을 신속하게 해결할 국내법적근거가 존재하지 않는 상황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라 하겠다. 따라서 복합운송에 대한 입법의 당위성은 화주와 운송인 사이의 법적 안정성과 예측가능성을 제고해 줄 것을 현실에서 요청하고 있다는 점에서 찾을 수 있으며, 나아가 선도적인국내 복합운송법제의 마련은 물류서비스 산업의 선진화를 통해 국가경쟁력을 강화하는 국가전략의 수행에 있어서 관련 인프라를 구축하는 중요한 초석을 놓는다는 점에서도 의미가크다고 하겠다. 이러한 점에서 최근 복합운송규정을 상법에 마련하기 위한 법무부의 개정작업은 환영할만한 일이라 하겠다. 이 논문에서는 복합운송규정의 입법에서 있어서 고려해야 할 주요 쟁점을 복합운송인의책임관계 등을 중심으로 고찰하고자 한다.

      • KCI등재

        최대선의원칙(Utmost Good Faith)과 보험계약당사자 보호

        임수민 법무부 2013 선진상사법률연구 Vol.- No.64

        2013년 법무부가 제출한 상법개정안에는 보험계약의 최대선의성을 선언하는 일반조항이 포함되어 있다. 보험계약의 선의성을 처음으로 선언한 영국에서는 도입당시의 의도가 왜곡되어 선의성이 최대선의성으로 변화하였고 보험계약의 일방당사자에게 과도한 부담을 주는 방향으로 기능하게 되었다. 이에 대하여 보험계약당사자를 형평성 있게 보호하지 못한다는 비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었고, 영국 법원도 최대선의의무로부터 보험자의 의무를 도출하고 고지의무에 인과관계 요건을 도입하는 등 최대선의원칙의 내용과 적용범위를 합리화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였다. 하지만 이것만으로는 불충분하였기 때문에 보험옴부즈만을 중심으로 판례법을 극복하려는 노력이 있었고, 보다 근본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 법개정위원회가 구성되어 마침내 최대선의원칙을 대폭 수정하는 새로운 입법이 이루어지게 되었다. 이와 같이 영미법계의 최대선의원칙은 그 내용과 위반의 효과가 명확하지 아니하여 다양한 사안에서 계약당사자를 균형 있게 보호하는 데에 어려움이 있었다. 그리고 영미법계의 계약해석법리를 대륙법계 국가에서 성문법의 형태로 받아들이는 것은 또 다른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민법 제2조의 신의성실원칙과 제103조의 공서양속 규정이 보험계약법관계에서도 일반조항으로서의 역할을 잘 수행해 왔다고 생각된다. 그러므로 영미법계에서 대폭 수정․축소되고 있는 최대선의의 법리를 새삼 일반조항의 형태로 도입할 필요가 없다고 본다. 또한 최대선의원칙에 관한 영국판례와 우리판례의 분석을 통해 동 원칙의 성문화가 보험사기 사안을 효과적으로 규율하는 데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결론을 도출하였다. 그리고 우리의 계약법제는 보험자의 고지의무 위반 국면을 상당부분 규율할 수 있으므로, 최대선의원칙의 위반에 대한 법적효과로 손해배상청구권의 내용을 구체적으로 규정하지 않는 이상, 보험계약자 보호의 측면에서나 법적 명확성의 측면에서나 현행법제와 차별화되지 않는다. 비록 최근 영국의 판례법리가 보험자에게도 일정한 의무를 부과하는 방향으로 동 원칙을 해석하고 있기는 하지만, 이는 우리와는 다른 계약법제의 토양에서 이미 형성된 동 원칙을 합리적으로 수정하고자 하는 시도로 파악하여야 하며, 이러한 해석론이 형성되었다고 해서 동 원칙의 성문화를 통해 “보험자에게 의무를 부과하고 보험계약자를 두텁게 보호”하려는 메시지를 주기는 힘들다고 본다. 최대선의원칙은 당초 신생보험시장에서의 정보불균형을 막고자 도입된 법리인데, 정보불균형의 문제가 완화되고 보험계약당사자간의 역학관계가 변화된 현 보험시장상황에서는 그 역할이 상당히 축소되었다고 판단된다. 따라서 최대선의원칙을 명문화 하려는 상법개정안에 대해서는 신중한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 KCI등재

        미국 연방파산법상 신가치 예외(new value exception) 원칙의 법리 전개와 입법 논쟁

        김종호 法務部 商事法務課 2011 선진상사법률연구 Vol.- No.53

        신가치 예외 원칙은 미국 연방파산법이 만든 전통의 중요한 한 부분이다. 미국에서 회사회생사건에 신가치 예외(new value exception) 원칙의 적용을 지속시켜야 하는가에 관련된 논쟁은 입법부의 입법과정에서 계속되어 오고 있다. 이러한 논쟁은 회생계획안에서 이해관계인들에 대한 취급이 '공정하고 형평한' 기준을 적용하였는가를 둘러싸고 충돌하는 법해석들을 중심으로 전개되고 있다. 이 원칙은 엄격한 절대우선원칙(absolute priority rule)의 적용이 자주 이해관계인들 사이에 불공평을 양산한다는 재판상의 인식을 나타내고 있다. 그러나 연방파산법의 입법 과정에서 의회가 신가치 예외 원칙을 배제하려는 의도였다는 것을 증거로서 뒷받침하지는 못하였다. 이에 대한 비판론자들은 이 원칙이 합법적 근거가 없기 때문에 무담보 채권자들의 지위를 약화시킨다고 주장한다. 따라서 법원이 그러한 비판들을 잠재울 수 있는지에 대한 논의를 판례의 흐름을 통하여 살펴보았다. 신가치 예외 원칙은 채권자들이 회사회생계획에 참여할 권리를 행사하기 위하여 채무자 회사의 지분권을 가진 주주들보다 많은 희생을 치르도록 할 것이다. 따라서 신가치 예외 원칙은 제정법에 편입되어 있지 않지만 현재에도 미국 연방파산법의 살아있는 법원칙으로 남아 있다. 그러나 입법부의 입법조치가 뒤 따라야 그 원칙을 비판없이 적용하는 데에 필수적임은 말할 나위가 없다. 우리나라의 경우에는 파산법상 절대우선원칙도 신가치 예외 원칙도 존재하지 않는다. 그러나 본 논문의 논의가 회생계획안의 작성과 이해관계인들의 권리의 조정을 위하여 반대하는 조의 설득을 위한 논거로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다. 나아가 파탄기업의 인수를 위한 거래구조를 분석해야 하는 경우 이해관계인들의 동의를 구하는 데에도 논리적인 근거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후에 파산법의 개정을 시도하는 경우 법제사 측면에서 미국의 입법역사를 엿볼 수 있다는 것도 하나의 부가적인 소득이 될 것이다. I explored New Value Exception argument in the U.S. bankruptcy law. The New Value Exception to the Absolute Priority Rule refers to a device used by plan proponents to obtain confirmation of Chapter 11 plans in many cases. The Absolute Priority Rule refers to U.S. Bankruptcy Code 1129(b)(2)(B),(C), which require that senior classes of creditors or equity interest holders be paid in full before any value can be provided to or retained by a junior class. The issue has been raised as to whether the New Value Exception to the Absolute Priority Rule exists under the Bankruptcy Code (11 U.S.C. '101 et. seq.). The New Value Exception originated under the Bankruptcy Act of 1898 (as amended); when Congress enacted the Bankruptcy Code in 1978, it did not specifically include the New Value Exception. Over the years since the enactment of the Bankruptcy Code, many Courts have concluded that the New Value Exception exists under the Bankruptcy Code; however, the issue has not been finally resolved, and the United States Supreme Court has declined to specifically rule on whether or not the New Value Exception exists under the Bankruptcy Code. Cases involving the New Value Exception have been presented to the Supreme Court; in those cases the Supreme Court has ruled upon the matters before it without deciding the continued vitality of the New Value Exception, making findings that state, inter alia, "assuming that the New Value Exception exists, it would require ..." Therefore, the New Value Exception still alive in the bankruptcy law traditional in the U.S. In Korea, neither New Value Exception nor Absolute Priority Rule are incorporated in the Debtor Rehabilitation and Bankruptcy Act. However, the argument and the introduction of the U.S. bankruptcy regime in this piece will be contributed to the Korean court for the decision of corporate reorganization case regarding cram down. Furthermore, the suggestion will be applied for the analysis of transaction structure of the failing company M&A deal as a persuasive allegation and the explanation of many important cases also will be helpful to understand of U.S. jurisprudence and legal history.

      • KCI등재후보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