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독거노인의 사회적 고립과 빈곤에 관한 질적 연구

          권혁철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9 사회과학연구 Vol.26 No.3

          The problem of poverty for the elderly is more of a complex phenomenon as a result of social isolation. In particular, the problem of social isolation of elderly people living alone who are not subject to basic protection from the family support system is even more serious. This study sought to explore the social implications of this group today by shedding light on how social isolation in the family, labor market, local society, and national support system worked in the course of living alone to influence poverty. In the analysis data, the case records of 410 elderly people aged 65 or older were analyzed qualitatively using NVivo 12. The analysis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the social isolation experienced by the elderly living alone occurs multidimensionally in the areas of health condition, economic condition, working capacity, family relations, community resources, labor market and national resource systems, and the sub-factories of each area are overlapping and working. Second, the social isolation of the elderly living alone is not simply caused by the economic poverty situation, but affects the various living conditions of the elderly living alone, and tends to overlap between generations. Third, social isolation in the various areas of life that appear to the elderly living alone affects their economic status, such as the current poverty situation, working as a risk factor. As a qualitative case study centered on the subject, this study suggested the academic and policy implications of the elderly support system and the elderly support system for the problem of social isolation and poverty of the elderly living 노인의 빈곤 문제는 사회적 고립의 결과로 나타나는 복합적 현상에 가깝다. 특히 가족지원체계로부터 기초적 보호 행위를 받지 못하는 독거노인의 사회적 고립 문제는 더욱 심각하다. 본연구는 가족·노동시장·지역사회·국가지원체계에서의 사회적 고립이 독거노인의 삶의 과정에 어떻게 작동하여 빈곤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지를 조명해 봄으로써 오늘날 이 집단이 갖는 사회적의미를 탐색해보고자 하였다. 분석자료는 65세 이상 독거노인 410명의 사례기록지를 NVivo 12를 활용하여 질적 내용분석 하였다. 분석 결과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독거노인이 겪는 사회적 고립은 건강 상태, 경제적 상태, 근로 능력, 가족관계, 지역사회자원, 노동시장, 국가지원체계의 영역에서 다차원적으로 발생하며, 각 영역의 하위 요인들이 중첩되어 작용하고 있다. 둘째, 독거노인의 사회적 고립은 독거노인의 다양한 삶의 환경에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세대 간에도 중첩되는 경향을 보였다. 셋째, 독거노인에게 나타나는 사회적 고립은 위기 요인으로 작동하면서 빈곤 상황과 같은 경제적 지위에 영향을 미쳤다. 본 연구는 대상자 중심의 질적 사례연구로써 빈곤에 영향을 미치는 사회적 고립의 과정을 구체적으로 확인하는 연구로 의의가 있으며, 연구 결과를 근거로 독거노인의 사회적 고립과 빈곤의 문제에 대한 노인부양 및 노인 지원체계가 갖는 학술적· 정책적 함의를 제언하였다.

        • KCI등재

          지적장애인의 자립생활 패러다임에 따른 지역사회통합 방안 연구

          최선경(Choi, Sun Kyoung)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5 사회과학연구 Vol.22 No.2

          지적장애는 지적능력과 개념적, 사회적, 실질적 적응기술에서 상당히 제한이 나타나는 장애이기 때문에 자녀의 장애를 수용(인정)하면서부터 언제까지 부양자의 역할을 수행해야하는지 막연한 불안감과 과중한 책임감을 동시에 느낀다. 이러한 주부양자의 돌봄 부담을 이해하고, 이를 경감시킬 수 있는 사회복지 서비스들이 더욱 더 강화되어야 한다는 필요성에 대해서는 전반적인 사회적 동의를 얻고 있지만 서비스 범위 및 실천 현장과의 연계성 부분은 계속해서 풀어 나가야 할 과제라 할 수 있다. 이를 위해서 선행되어야 할 과제는 첫째, 장애자녀를 돌보는 주부양자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둘째, 지적장애인에게 적합한 지역사회 기반의 자립생활 지원 서비스 방안이 제시되어야 한다. 특히 자립생활지원은 지적장애인이 지역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가장 직접적인 연관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그 만큼 지역사회 통합의 중요한 주제가 된다. 본 연구는 장애의 특성상 장애유형에서도 자신의 권리를 옹호하는데 지적 한계를 지니고 있는 지적장애인의 자립생활에 초점을 맞추고, 지적장애인의 지역사회통합을 이루는데 있어 필요한 지역사회자립방안을 모색하고자 한다. Intellectual disability is a type of disability involving severe limitations in intellectual capability and conceptual, social, and practical adaptation skills. From the time they accept their child’s disability, parents get to face both their anxiety and heavy responsibility about how long they will have to play roles as a supporter. It is socially agreed in general that it is needed to understand those mothers’ caregiving burden and reinforce social welfare services more to reduce it; however, it is still urgent to solve pending issues about the range of the services and connection with the field of practice. There are some of the tasks to be done for it; firstly, it is necessary to understand difficulties that the main supporter of disabled children gets to face, and secondly, it is needed to make plans to provide the intellectually disabled with righteous community-based independent life supporting services. Particularly, support for independent life is the most directly related with the community adaptation of the intellectually disabled, so it is a crucial matter in community integration. This study is going to focus on the independent life of the intellectually disabled who are intellectually limited in defending their own rights in terms of their disability characteristics and types and also devise plans to help the intellectually disabled to adapt themselves to their community which is essential for community integration.

        • KCI등재

          [기획논문] 인구고령화 시대, `생산적 노화` 담론에 대한 비판적 검토

          김정석(Kim, Cheong Seok),조현연(Cho, Hyun Yun)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7 사회과학연구 Vol.24 No.2

          인구고령화의 급속한 진전과 그 사회경제적 파장들에 대한 사회적, 정책적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러한 관심들은 대체로 인구고령화가 갖는 부정적 함의에 집중하는 경향을 보인다. 현재 한국사회에서 인구고령화에 대한 주요 담론의 중심축은 크게 두 가지라고 할 수 있다. 하나는 ‘고령화위기론’으로 노년인구의 비생산성을 전제로 과중한 사회적 부담이 초래되는 암울함 미래의 모습을 제시하고 있다. 또 다른 하나는 ‘신노년’ 담론으로 ‘고령화위기론’에서 그려지는 노년에 대한 대항적인 성격을 띠는 것으로, 노년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사회참여의 가능성을 열어둠으로써 고령화 속 노년의 새로운 역할을 강조하고 있다. 이 연구는 이상의 두 가지 담론 중 신노년 담론, 그 가운데서도 특히 생산적 노화 담론의 구조적 얼개와 현실성을 재조명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 과정에서 생산적 노화 담론에 내재되거나 도출되는 사회적, 정책적 대응방안과 그 함의에 집중함으로써 해당 담론의 실천적 한계에 주목하고자 한다. 결론적으로 말해 인구고령화는 우리에게 불가피한 미래이자 동시에 인류사회 발전의 위대한 업적이기도 하다. 그러나 유감스럽게도 이에 대한 부정적 인식이나 편견으로 인하여 대다수 사람들은 고령사회의 도래를 두려워하고 있으며, 그 대응책 역시도 부정적 인식을 전제로 하고 있기 때문에 임시방편적일 뿐이다. 우리는 그간 주류 담론이 강조해 온 경제적 효율성을 벗어나 노년기 삶의 질 향상이라는 준거를 통해 노년의 현황을 접근할 필요성이 있음을 제안한다. 그리고 이런 대안적 접근과 관련해 특히 정치경제학적 관점의 접근에 주목할 것을 강조한다. 노인들이 직면하는 주요한 문제들은 사회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라는 점과 함께, 적어도 고령화 및 이와 관련된 이슈들이 사회, 정치, 경제, 문화 등의 맥락 속에서 이해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The rapid aging of population in Korea has drawn much interest of academics and policy planners on its consequences. This study first surveys the causes and characteristics of population aging from the perspective of demography. And it moves on the status of social understanding on response to the tasks brought upon by population aging. Social discourses on population aging in Korea has been centered on ‘population aging crisis’ and ‘productive aging’. The study argues these two main discourses, sharing common view of population aging as social problem, limits our response to yield symptomatic therapy. In particular, the excessive emphasis on productivity in old age misleads us to hinder appropriate knowledge on the elderly. The study suggests that the perspective of political economy helps to balance our understanding on the consequences of population aging. Such perspective allows us to view that many issues related to population aging are socially constructed and they need to be approached from the context of economy, politics and social systems of the given society.

        • KCI등재

          한국형 지역사회경찰활동의 발전방안

          최응렬,박상진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08 사회과학연구 Vol.14 No.2

          이 논문에서는 우리나라 뿐 아니라 여러 국가에서 경찰활동으로 경찰개혁의 한 부분인 지역사회 경찰활동을 평가하기 위한 것이다. 특히 이러한 경찰활동이 지역사회와 지역주민들의 안전, 삶의 질에 어떠한 긍정적인 영향을 가져왔는지를 검증해 우리나라 실정에 알맞은 경찰개혁의 일부분으로서의 지역사회 경찰활동의 발전방향을 모색해 보고자 하는 것이 주된 목적이라 할 수 있다. 우리나라는 아직도 전통적 경찰활동 방식에 젖어 있어 지역사회 경찰활동에 대하여 부정적 견해를 보이고 있다. 그리하여 우리나라 경찰활동의 대부분은 사후 대응적인 역할에 머물러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현상은 지역사회 경찰활동 개념에 대한 인식의 부족과 이에 대한 적절한 교육의 부재에서 그 원인을 찾을 수 있다. 따라서 우리나라에서 효율적인 경찰활동을 수행하기 위해서 선행요건으로 첫째, 경찰의 정치적 독립과 수사권 독립 둘째, 조직의 분권화 셋째, 경찰관의 역할 정립 넷째, 경찰의 이미지개선이 선행 되어야 한다. 이러한 선행요건으로 지역사회 경찰활동의 발전적 방안으로는 첫째, 지역경찰제의 활성화 둘째, 시민의 자발적 참여 유도 셋째, 자치단체 지역공공단체와 협력강화 넷째, 순찰의 내실화 다섯째, 시민경찰학교의 활성화를 통하여 지역사회 경찰활동을 하루 빨리 정착 시켜야 할 것이다. 물고기가 물을 떠나서는 살수 없듯이 경찰은 지역과 지역주민을 떠나서는 존재의 가치가 없다. 이러한 관계를 정확히 인식하고 지역주민들과 유기적 협조체제를 유지하는 ‘지역사회 경찰활동󰡑을 하루빨리 정착시켜 급변하는 현대사회에서 파생하는 각종 신종범죄에 효율적으로 대응하는 사회공존 협력체제를 만들어 보다 더 친절하고 공정한 경찰로 재탄생이 되어야 할 것이다. This article aims for evaluating the community policing as a part of police reform not only in Korea but also in other nations. Especially, this article focuses on examination of community policing whether it brought the positive effects on the safety and the quality of life in the community and their residents, and tries to find a desirable direction of community policing as a police reform. Korean still has a negative view of the community policing because they are get used to the traditional one. Most of the policing we receive remain, therefore, reactive. This present situation comes from the lack of perception on community policing and proper training and education of it. Accordingly, to perform the effective policing in Korea, at first, political and police prosecution independence of Police, second, the decentralization of police organization, third, the establishment on role of police, and the last, the improvement of image on police are needed to precede. Based on these factors, the revitalization of local police system and citizen police academies, the inducement of citizens's participation and the reinforcement of cooperation between local organizations and substance of patrol are indicated to settle down the community policing. Police won't be recognized unless they are not attached to the community and their residents. It is needed to perceive this relation and settle down the community policing, and it is also needed to recreate the kinder and fairer police consequently in rapidly changing modern society.

        • KCI등재후보

          생성적 대칭의 사회구조

          김우식(Kim, U-Sic)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1 사회과학연구 Vol.18 No.1

          본 연구는 대칭이 사회세계에서 고유한 생성적 구조와 기제를 갖는다는 점을 보인다. 행위자들이 서로 영향을 주고받으면서 상호작용하는 사회세계에서는 사회적 형태의 대칭이 흔히 발견된다. 사회집단들은 서로 바라보고 보이는 관계에서 서로 의식하거나 영향을 주고받는 가운데 자신들의 고유한 특징과 정체성을 형성해 간다. 고전과 현대의 사회이론 다수가 주목해 온 이러한 관계는 사회적 형태의 대칭이라고 볼 수 있다. 대칭의 주요 기본형태 세 가지인 반사대칭, 회전대칭, 병진대칭 중 본 연구는 반사대칭에 주목한다. 사회적 반사대칭은 사회적 객체가 서로 마주 하면서 상대의 특성을 규정하고 생성하는 것을 가리키는데 주요 기제는 쌍대와 등가이다. 쌍대대칭과 등가대칭은 서로 다른 구성기제를 갖지만 마주보는 사회적 객체 사이에서 상대를 구성하고 상호 영향력을 반사 및 전이한다는 공통점을 갖는다. 생성적 대칭 개념은 상호구성적인 시장의 행위자, 사회 정치적 상호작용, 그리고 구조적 신호와 반연결망 구성을 설명하는데 유용하다. This paper demonstrates that symmetry with generative structure and mechanisms are operative in many social phenomena. In the social world where actors interact with one another, giving and receiving influences, social forms of symmetry abound. When social actors or groups are aware of each other, react, become similar, and develop unique characteristics and identity, they have a symmetric generative relationship with each other. Focusing on reflection symmetry, this paper conceptualizes social reflection symmetry in which two social objects face and construct each other. The main mechanisms of social symmetry are duality and equivalence. Duality symmetry and equivalence symmetry have specifically different generative mechanisms, but have in common social construction of each other and the reflection and transition of constructive effects. The concept of generative symmetry can explain market actors, social and political interactions, structural signal, and the formation of anti-network.

        • KCI등재

          홀로 살아야 행복한, 중년 남성의 삶

          권혁철(Kwon, Hyuk Chul),김형용(Kim, Hyoung Yong)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7 사회과학연구 Vol.24 No.3

          최근 중년 남성 1인 가구가 가파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남성 1인 가구 중 4050세대는 2000년 기준 25.4%에 불과하였으나 불과 15년 만에 39.3%까지 증가하였다. 홀로 사는 남성 열 명 중 네 명이 청년이나 노년이 아닌 중년이라는 것이다. 이에 본 연구는 중년 남성 1인 가구의 일반적 특성을 다인 가구와 비교하여 살펴보고, 홀로 사는 이들이 어떠한 삶의 유형을 만들어가고 있는지, 구체적으로는 중년층 남성 1인 가구의 사회적 관계와 주관적 행복 사이의 관계를 조명해 봄으로서 오늘날 이 집단이 갖는 사회적 의미를 탐색해 보고자 하였다. 이에 2016 서울서베이 도시정책지표 자료를 활용하여 4050세대 남성 9,364명(1인 가구:308명, 다인 가구:9,056명)을 대상으로 사회인구 및 계층 특성, 사회적 관계 그리고 주관적 행복의 관계를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중년층 남성 1인 가구는 다인 가구에 비해서 사회경제적으로 취약하며, 사회적 관계, 그리고 주관적 행복감이 모두 낮았다. 그러나 이러한 결과는 중년 남성 1인 가구의 현상적 측면만을 보여준다. 다중회귀분석 결과 1인 가구는 주관적 행복감을 설명하는데 부정적인 효과를 갖지만, 사회경제적 요인들을 통제하고 나서는 오히려 긍정적인 효과를 지닌 것으로 나타났다. 즉 소득, 교육, 계층, 직업, 주거 요인이 동일하다고 가정할 때 1인 가구는 오히려 주관적 행복감에 긍정적인 변인이었다. 또한 중년남성 1인 가구의 행복을 결정하는 요인들은 다인 가구에 비해 매우 단순하여, 소득과 사회적 관계가 1인 가구의 행복 수준을 상당부분 설명하지만, 다인 가구의 경우는 혼인상태와 직업지위 등 보다 다각적인 요인들이 작동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러한 결과는 결혼하지 않고 가족과 동거하지 않아도, 일정한 소득과 사회적 관계만 있으면 자유로운 삶을 추구하며 비교적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1인 가구의 모습을 상상해 볼 수 있다. 다른 한편으로, 남성 1인 가구의 증가는 가족 형성에 따른 과도한 부담을 떠맡은 남성부양자 가족주의 문화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 한국사회의 중년층 남성은 가족의 사회계층을 유지하고자 하는 강력한 책임감을 가지고 있으며, 이러한 책임감에서 일부 벗어난 1인 가구가 주관적인 행복도가 오히려 높다는 것이다. 따라서 사회적 지원을 필요로 하는 대상으로서 1인 가구에 대한 현상적 인식은 극복할 필요가 있다. 오히려 가족투자의 책임을 오로지 지고 있는 중년의 남성들이 가족 구성을 회피하게 하지 않도록 하는 보편적 복지가 필요한 것이다. Recently, one-person household among middle-aged men is showing a steep increase. While the age of 40~50 accounted for only 25.4% of one-person household men in 2000, but it has increased to 39.3% in 2015. It means that four out of ten one-person male households are middle-aged, not young nor old. Thus,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general characteristics of this group in comparison with those of other households and to examine the types of life styles they are living with, specifically the relationship between social relations and subjective happiness. The results show that middle - aged one-person household men is socially and economically vulnerable, and has lower social relations and less happiness than other households. However, these results show only the phenomenal aspect of the group.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showed that one-person households have a negative effect in explaining subjective happiness but have a positive effect after controlling socioeconomic factors. In other words, assuming that income, education, class, occupation, and residential factors are equal, one person household is a positive factor in subjective happiness. In addition, the factors determining the happiness of one-person male households are very simple compared to those of a multi-family household, and the degree of happiness of a household with income and social relationship is largely explained. From the results, it can be assumed that one-person household men can enjoy a relatively happy life with a certain income and social relationship even if they are not married and do not live with their family. On the other hand,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one-person male households seems to be related to strong family culture in S, Korea that is given an excessive burden and responsibility for family. Therefore, it is necessary to overcome the phenomenal perception of one-person households that need social support. Rather, universal welfare is needed to ensure that middle-aged males who are solely responsible for family investment do not let their families get away.

        • KCI등재

          최근 사회노년학의 연구동향

          최은영(Choi, Eun-Young),김정석(Kim, Cheong-Seok)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2 사회과학연구 Vol.19 No.1

          현재 한국사회의 정책기조에는 ‘고령화위기론’과 ‘성공적 노화’가 주요 담론으로 자리 잡고 있다. 이 연구는 정책분야의 담론이 최근의 사회노년학 연구물들과 얼마나 조응하고 있는지, 또한 그 조응성이 갖는 학술연구에 대한 함의는 무엇인지를 고찰하려는 노력의 일환이다. 이를 위해 2001년부터 2010년 사이에 ‘한국노년학’에 게재된 사회과학분야의 논문 256편을 추출해 연구영역 및 주제별로 구분하는 한편, 노인 혹은 노년에 대한 사전적 전제 등에 대한 의미를 분석하였다. 실험적인 분석결과에 따르면, 연구영역과 주제 면에서 ‘사회문제’로서의 노인과 노년이 상당한 비율을 차지하지만, 정책적 담론에서 발견되는 이러한 편향성이 지배적이라고 보기는 힘들다고 판단된다. 또한 노인과 노년에 대해 의존적 존재 혹은 사회적 부담으로 전제한 논문이 적지 않지만, 다수는 인구학적 연령규정에 의해 노인과 노년을 접근하고 있다. 정책적 기조와는 달리 학술적 연구에서는 ‘문제적 시각’을 탈피하여 다차원적, 다면적으로 노년연구가 진행되고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 볼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회과학분야에서 노인과 노년에 대한 암묵적인 가정과 전제에 대한 심층적인 논의와 비판적 성찰을 담은 메타이론적 연구가 부진하다는 아쉬움은 남는다. 이러한 아쉬움은 세대 간의 상호의존성(interdependence)과 연대(solidarity) 등을 강조하는 사회권의 시각에서 노년관련현상과 정책을 조망하고 개발할 필요성을 더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underlying assumptions as well as implications of “elderly" in the academics of social gerontology. The study examined 256 articles in social science published in Korea Journal of Gerontology for the last 10 years with a critical eyes on their research standings. As a result, “successful ageing" as a discourse turned out to be used frequently but still lacks of consideration on the suitability to Korean context. The theme of depression, abuse and thoughts on suicide have been a main focus of the studies. While it deserves our concerns and provokde research interests, image of elderly as victims or vulnerable beings may have been reinforced. New generation-integrative approaches and future research based on continuity of identity of human life-cycle are much in need for better understanding of elderly and solidarity among generations in our society.

        • KCI등재후보

          가정ㆍ학교ㆍ지역사회 사회자본과 청소년 일탈행동

          이재영(Lee Jae-Young),공태명(Kong Tae-Myoung)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0 사회과학연구 Vol.17 No.3

          이 연구는 최근 정치ㆍ경제ㆍ사회ㆍ교육학 등에서 광범위하게 연구되고 있는 사회자본 이론을 우리나라 청소년의 일탈행동과 연관시키는 시도를 하였다. 구체적으로 가정, 학교, 지역사회, 사회자본이 청소년의 일탈행동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 것인가를 검증하고 이들 변인간의 상대적 영향력을 파악하여 사회자본과 청소년 일탈행동과의 관계를 보다 명확히 규명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이 연구에서는 한국청소년패널조사 중등 5차년도 데이터를 분석자료로 활용하였다. 연구결과에 따르면 사회자본 변인들이 청소년 일탈행동에 미치는 상대적 영향력은 부모의 관여(β=-0.107)가 가장 큰 영향을 미치며, 그 다음이 학교에 대한 신뢰(β=-0.100)이고 두 변인 모두 청소년의 일탈행동에 부(-)적인 영향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부모신뢰, 교사신뢰, 이웃유대는 청소년의 일탈행동에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를 통해 일탈행동에 빠져든 청소년에 대한 올바른 선도를 위한 새로운 접근 방식을 모색할 수 있을 것이다. This study attempts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social capital theory, which has been under research by a broad range of academic fields such as economics, political science, sociology and educational science, and adolescents' delinquent behavior in Korea. More specifically, this study examines what kind of social capital influence the relationship between family, school, local community and adolescents' delinquent behavior, and which social capital has the most impact. This study uses the Korea Youth Panel Survey to comprehensively analyze relevant causal factors that influence delinquent behavior focusing on social capital related factors. The results show social capital factors in family, school and community have direct influence on delinquent behavior, which partially confirms that social capital has positively influence on delinquent behavior. This kind of research can help seek and establish various new approaches for preventing juvenile deviance.

        • KCI등재후보

          지역사회 관계 및 지역사회 경찰활동이 시민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강소영(Kang, So-Young),정우일(Jung, Woo-Il)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2 사회과학연구 Vol.19 No.3

          이 연구는 지역사회 관계 및 경찰활동이 시민들의 경찰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하여 경찰관과의 접촉경험을 매개로 하여 살펴보고자 하였다. 시민만족도는 거주 지역 내의 경찰관에 대한 접근성, 가시성 그리고 대응성에 대한 것으로, 시민들의 평가를 통한 경찰의 치안서비스 제고방안을 모색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현재 서울에 거주하는 성인남녀(n=634)의 응답자료에 대하여 기술통계 및 변인 간 관계들을 파악하였다. 그리고 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지역사회 관계와 경찰활동 및 접촉경험 간의 영향관계는 구조방정식모형을 통해 AMOS 19.0으로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경로모형을 통하여 지역사회 관계 및 지역사회 경찰활동은 접근성, 가시성, 대응성에 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지역사회관계와 경찰활동이 우호적 또는 적극적일수록 시민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판단되었다. 그리고 경찰관과의 접촉경험은 접근성과 대응성에만 유의미한 결과를 보였다. 특히, 긍정적 접촉이 많을수록 만족도가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가시성에 대한 영향은 유의미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경찰관이 최일선에서 시민과 대응하며 치안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고, 경찰활동의 효과성을 극대화하기 위하여 지역사회 관계 및 경찰활동에 대한 다양한 노력들이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이 연구는 과거 경찰서비스에 대한 만족도 연구들이 서비스에 대한 평가 제시한 것에 비하여, 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관계들을 밝혔다는 데에 의의를 둔다. This study is to exam on which community relations with residents and community policing influence on local residents" satisfaction from police, through experience of contact with police as the mediation effect. Local residents" satisfaction include accessibility, visibility and responsiveness for community policing. The main purpose of the study is to enhance policing service based on the civil evaluation. For doing that, it conducted survey on those in Seoul, the total number of 634, and then applied the data to the structural equation model by using SPSS 18.0 and LISREL 8.50. Descriptive statistics and correlation analysis were used in order to analyse general characteristics and relations. In addition, the structural equation model was applied to analyse whether community relations with residents, community policing and experience of contact with police have effects on residents" satisfaction from policing. The result from the path model indicated that community relations with residents and community policing have a positive effect(+) on accessibility, visibility and responsiveness. Thus, it means the better community relations and community policing these are, the higher level of local residents"s satisfaction it will appear. Additionally, experience of contact with police had effects on accessibility and responsiveness, except for visibility. Especially, the level of local resident"s satisfaction increased as the number of positive contacts with police was higher.

        • KCI등재

          정치예능프로그램의 사회적 시청이 정치참여의향에 미치는 영향

          박연진,김관규 동국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2019 사회과학연구 Vol.26 No.4

          This study examines how social viewing behavior (the extent of social viewing, network homogeneity, the extent of exposure to different opinions) affects the way political debate (issue and non-issue discussions) is conducted, and how social viewing behavior and political debate styles are related to not only political interest and the political discussion efficacy, but also political participation intention. Results of the study show that both issue and non-issue discussions increased with higher social viewing. For exposure to different opinions, greater exposure to different opinions brought about an increase in issue discussion but did not have any effect on non-issue discussion. A rise in issue discussion was also observed with an increase in network homogeneity which, on the other hand, had no observable effect on non-issue discussion. Political interest grew as social viewership increased and more people watched and discussed issues, while the political discussion efficacy increased with greater exposure to different opinions and more issue discussions. Political interest and the political discussion efficacy also had a positive effect on political participation intention. Although political debate through social viewing behavior and social viewing does not directly influence political participation intention, it has been observed to indirectly raise political participation intention through political interest and the political discussion efficacy. 본 연구는 사회적 시청행태(사회적시청정도, 연결망의 동질성, 이견노출정도)가 정치토론방식(이슈토론, 비이슈토론)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며, 사회적 시청행태와 정치토론방식이 정치관심도와 정치토론효능감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나아가 정치참여의향에 미치는 영향력은 어떠한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결과 사회적 시청량이 많을수록 이슈토론과 비이슈토론을 모두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견노출의 경우 이견에 많이 노출 될수록 이슈토론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비이슈토론에 대해서는 어떠한 영향력도 나타나지 않았다. 그리고연결망이 동질적일수록 이슈토론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비이슈토론에 대한 영향력은확인되지 않았다. 정치관심도는 사회적 시청을 많이 할수록 그리고 사회적 시청을 하면서 이슈토론을 많이 할수록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정치토론효능감은 이견에 노출이 많이 될수록, 이슈토론을 많이 할수록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이러한 정치관심도와 정치토론효능감은 정치참여의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 시청행태와 사회적 시청을 통해 이루어지는 정치토론이 정치참여의향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않지만 정치관심도와 정치토론효능감을 통해 간접적으로 정치참여의향을 높인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