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이하선과 악하선에 생긴 선양낭암의 비교

        이상숙(S S Lee),박준식(J S. Park),Mario A Luna,Adel El Naggar,John G Batsakis 대한두경부종양학회 1991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7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선양낭암은 타액선종양중 비교적 드문 악성종양으로 병리조직학적 및 임상적으로 독특한 양상을 보인다. 병리조직학상 종양세포가 신경주변으로 침범하여 수술당시 적절한 수술연을 얻기 어렵고 이에 따른 국소재발이 거듭되고 임파선전이 및 예측치 않는 원격전이가 생기기도 한다. 지금까지 선양낭암환자의 예후에 영향을 미치는 여러 요인들에 대한 연구들이 이루워지고 있는데 그중 조직학적 분화도, 원발부위, 종양의 크기, 수술연의 상태와 임상적 병기들이 중요시되고 있다. 이에 저자들은 1960년부터 1980년 까지 텍사스대학 M.D. Anderson 암센터에서 치료받은 이하선 및 악하선 선양낭암 각각 13례와 26례를 대상으로 원발부위가 환자의 생존 및 치료에 미치는 영향을 알고자 다른 예후인자로 알려진 조직병리학적 소견들과 함께 통계학적 분석을 실시하였다. 이하선과 악하선에 생긴 선양낭암을 비교한 결과 이하선에 생긴 경우 조직학적 분화도가 더 낮았고 악하선 종양에서 수술연에 종양침범율이 더 적었다. 경부 임파절 전이는 악하선 종양에서 많았으나 반면 원격전이는 이하선 종양에서 더 많이 발생하였다. 그러나 종양의 크기, 선경주위침범 유무, 국소재발과 환자의 생존율사이에는 의의있는 상관 관계는 없었다. 이하선과 악하선에 생긴 선양낭암의 여러 특성들과 생존률간의 univariate 분석결과 악하선에 생긴 선양낭암 환자에서 종양이 크거나 조직학상 분화가 나쁘거나(solid pattern), 경부임파절 전이와 원격전이가 생기면 예후에 나쁜 영향을 끼침이 밝혀졌다. 그러나 이하선에 생긴 경우 분석례가 너무 적어 결론을 내리기에 불충분하였다. 원발부위에 따른 선양낭암 환자들의 특성을 chi-square 검정법을 이용하여 통계학적으로 분석한 결과 이 두군간에는 의의있는 통계학적 차이는 발견할 수 없었다.

      • 비상피성 두경부 종양의 병태와 접근

        조경자 대한두경부종양학회 2000 대한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 논문집 Vol.200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The Utility of 18 F-FDG PET/CT for Following Up Head and Neck Cancer

        Eun-Jae Chung(정은재),Seung-Kuk Baek(백승국),Jeong-Soo Woo(우정수),Soon-Young Kwon(권순영),Kwang-Yoon Jung(정광윤) 대한두경부종양학회 2010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26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서 론 두경부암의 예후에 가장 중요한 인자는 진단시 병기와 치료 후 재발의 유무이다. 따라서, 재발 병변을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본 연구에서는 두경부암 환자의 추적 관찰에서18F-FDG PET/CT의 유용성에 대해 알아 보고자 하였다. 대상 및 방법 2004년 4월부터 2008년 8월까지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두경부암으로 치료를 완료한 후 추적관찰이 가능하였던 88예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다. 환자는 본원의 두경부암 추적관찰 양식에 따라 술 후 6, 12개월째 18F-FDG PET/ CT를 시행하였으며, 원발부위 및 경부 재발, 원격전이와 중복암의 진단에 있어 18F-FDG PET/CT의 민감도, 특이도, 양성예측율, 음성예측율을 평가하였고, 기존의 추적관찰 방법과 이를 비교하였다. 결 과 원발부위 재발의 진단에 있어 민감도, 특이도, 양성예측율, 음성예측율은 각각 95%, 97%, 90%, 98% 였다. 경부전이 재발의 진단에 있어서는 각각 94%, 98%, 83%, 99%였으며, 원격전이 및 이차암 진단에 있어서는 94%, 100%, 100%, 99%였다. 원발부위 재발은 고식적인 진단 방법, 원격전이와 이차암은 18F-FDG PET/CT가 진단에 의미있게 유리하였다. 결 론 18F-FDG PET/CT는 두경부암의 추적관찰 과정에서 재발 여부를 판정하는데 있어 매우 유용하며, 특히 원격전이 및 이차암의 발견에 있어 유용하다. 그러나, 위양성 및 위음성의 가능성으로 고식적인 진단 방법과 병행해야 진단의 효과를 높힐 것으로 생각된다.

      • 주타액선 종양의 임상적 고찰

        김은서(Eun Seo Kim),김영수(Young Soo Kim) 대한두경부종양학회 2001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17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저자들은 약 4년에 걸친 주타액선 종양에 대한 치료 경험을 통하여, 성공적인 치료를 위한 필요조건으로 다음과 같은 내용들을 고려하여야 할 것으로 생각하였다. 즉 타액선 종양은 다양한 조직학적 특징과 임상 경과를 보이는 질환군이므로 수술 전 세침흡인생검 등에 의한 정확한 병리조직학적 진단의 뒷받침이 필수적이라는 점이다. 또한 악성 종양의 경우, 질병분류 및 병기설정 방식이 완전히 통일되어 있지 아니한 상황에서 특정 질환의 특정 병기에 한 가지 치료방법을 고집하기보다는 다양한 종류의 치료를 복합적으로 사용하는 데에 적극적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였다. 특히 예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요소를 가지고 있을 경우에는 적극적인 외과적 절제 및 수술 후 방사선 치료 등을 통하여 생존율을 높이는데 관심을 기울여야 할 것으로 생각되었다. 더 나아가 절개선 등 수술흔이 가지는 미용적 문제점 등도 고려하여 전체적인 치료의 만족도를 향상시키는데 기여해야 할 것으로 생각하였다. Objectives: Salivary gland neoplasms are a diverse group of benign and malignant tumors with a wide range of biologic behaviors. The surgeon must understand the pathologic behavior of each tumor type to develop an appropriate treatment plan. The authors planned this study to evaluate our clinical experiences and establish a new treatment strategy. Materials and Methods: From Sep. 1997 to June 2001, 25 cases of major salivary gland tumors which were underwent surgery were evaluated retrospectively. Results: 20 cases were benign and 5 were malignant. Most(17) of benign cases were pleomorphic adenoma and they showed wide distribution in age. Also we experienced other benign such as warthin's tumor, oncocytoma. In malignant, there were 2 cases of carcinoma ex-pleomorphic adenoma, 2 cases of adenoid cystic carcinoma, and one lymphoma. In carcinoma ex-pleomorphic adenoma, one showed dismal prognosis in spite of multimodality and the other were recurrent to be salvaged. Conclusion: We concluded that salivary gland neoplasms are challenging because of their relative infrequency, inconsistent classification, and highly variable biologic behavior. We need to establish new effective strategies with the regard of factors influencing survival.

      • 방사선 치료에 내성이 유도된 두경부 편평세포암에 대한 종양살상 헤르페스 바이러스의 유전자 치료 효과

        김세헌(Se-Heon Kim),최은창(Eun Chang Choi),이진석(Jin Seok Lee),천제영(Je Young Chun),변형권(Hyung Kwon Byun),송기재(Ki Jae Song),김광문(Kwang-Moon Kim) 대한두경부종양학회 2006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22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Introduction :The sensitivity of tumor cells to radiotherapy is a critical determinant of local control and po-tential cure in advanced head and neck squamous cell carcinoma(HNSCC). The emergence of radioresistant tumor cells is an obstacle to cancer therapy. Most radioresistant cells have a higher proportion of cells in the S-phase of the cell cycle and a lower apoptotic fraction than radiosensitive cells. HSV replication is increased in cells that have higher S-phase fractions. NV1066 is an oncolytic herpes simplex virus type-1 mutant. We hy-pothesized that NV1066 replication and cytotoxicity are increased in radioresistant cells.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valuate the antitumor efficacy of NV1066 to treat radioresistant HNSCC. Methods :Radioresistant cells were selected by treating five HNSCC cell lines with repeated conventional fractionated doses of radiation(2Gy/day), using a Cs-137 irradiator, up to a cumulative dose of 70Gy. Clonogenic cell survival and S-phase fractions were compared between radioresistant and parental radiosensitive cells. The two cell populations were then treated with NV1066 to examine viral replication, by the viral plaque assay and viral cytotoxicity. Results :Fractionated irradiation resulted in the selection of radioresistant cells. Radioresistant cells had a higher S-phase fraction(42.9%) compared to parental cells(26.2%). NV1066 replication in radioresistant cells was 7.4times higher than in parental cells(p<0.01). Treatment with NV1066 resulted in increased cytotoxicity of 24.5% in radioresistant cells compared to parental cells(p<0.05). Conclusion :NV1066 showed increased viral replication and cytotoxicity in radioresistant HNSCC cell lines. These findings suggest a potential clinical application for this oncolytic viral therapy as treatment for radiore-sistant head and neck cancers.

      • 두경부 편평세포암종에 대한 UFT 투여 후 항종양효과에 관한 제2상 임상 연구

        정광윤(Kwang Yoon Jung),최건(Geon Choi),최종욱(Jong Ouck Choi) 대한두경부종양학회 1994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1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두경부에 발생한 편평세포암종 68례(재발암 32례 포함)에 대하여 UFT(400mg/m²)를 6∼8주간 경구투여한 후 항종양효과를 관찰한 제2상 임상시험결과 다음파 같은 성적을 얻었다. 1) 치료 경험이 없었던 두경부 편평세포암종 32례에 대한 주효융은 38.89%, 재발암종 32례에 대한 주효율은 21.88%로서, 평균 주효율은 30.88% 이었다. 2) 암종의 병기에 따른 주효융은 임상적으로 초기병기에서 높았으며, 병리조직학적으로 분화도가 좋은 경우에 높았고, 치료효과의 발현시기는 4주와 5주째가 높은 경향올 보였다. 3) 부작용은 식욕부진, 오심 및 구토가 다수 있었으나 용량을 반으로 감량하거나 일시 중단함으로써 극복이 가능하였으며 중증 부작용은 없었다. 이상의 성적에서 UFT는 두경부 편평세포암종에서 항암효과가 있으며, 투여방법이 간편하고 부작용이 적어 병합항암화학요법이나 고식적 항암화학요법으로 널리 이용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되었다. A Phase II study of UFT which is a mixture of Tegafur and Uracil was conducted in two institutions during past two years. Ninty-four patients of head and neck squamous cell carcinoma entered this trial, of which sixty-eight were evaluated. Among those, thirty-six cases were previously untreated and thirty-two cases were recurrent. UFT was administrated orally at a daily dose of 400mg/m² for eight weeks. The results were as following: 1) Overall response was 30.88%, but for 38.36% for 36 cases of the untreated cases, 21.88% for 32 cases of recurrent cases. 2) UFT was more effective in early stage and well differentiated squamous cell carcinoma and UFT tended to reduce the tumor size maximally at fourth or fifth week 3) There was no serious side effects except mild gastrointestinal disturbances such as nausea and vomiting, which were recovered immediately after stop or reducing a daily dose. Therefore, UFT therapy is clinically effective for head and neck squamous cell carcinoma and also may be useful for combination or palliative chemotherapy because of mild side effects.

      • Analysis of Intraoral Squamous Cell Carcinoma Reconstructed with Radial Forearm Flap

        박명철(Myong Chul Park),David S Soutar 대한두경부종양학회 1994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1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미세외과 수술에 의한 유리 피판술의 도입은 두경부 종양제거후 재건에 괄목할 만한 진보를 가져왔다. 특히 광범위한 종양의 제거가 필요하며 인근의 조직으로 수복이 어렵고 기능 및 외모상의 재건이 문제가 되는 경우 유리 피판은 절대적인 적응이 된다. 구강은 언어구사 와 연하(deglutition)기능을 담당하므로 재건을 위해서는 얇고 부드러운 조직으로 수복하여 주어야 한다. 전완부 유리피판은 혈관경의 위치가 대부분 일정하고 종양 제거후 결손의 모양에 따라 피판을 계획할 수 있기 때문에 구강암 제거후 가장 많이 이용되는 유리피판이다. 저자는 1982년 부터 1988년까지 영국 글라스고우 소재 서부 스코틀랜드 성형 및 구강외과 병원에서 구강의 편평상피암환자로 암종제거 후, 전완부 피판에 의한 재건 및 방사선 치료를 받은 151명의 치료결과(재발율 및 생존율)를 분석하였다. 절제연의 종양조직의 양성(P<0.05), 경부 임파절의 extracapsular node spread여부(P<0.001), 경부 임파절 곽청술의 종류(P<0.05) 등은 재발율과 관련하여 통계적으로 유의하였다. 반면에 종양의 구강내 위치, 하악골의 침범여부등은 통계적의의가 없었다. 생존율에 관하여는 종양의 구강내 위치 (P<0.05), 종양절제연 종양여부(P<0.005), 하악골의 침범여부(P<0.05), 경부 임파절의 extracapsular node spread여부(P<0.001) 등이 통계적으로 유의할 만한 요소로 밝혀졌다. 젊은 나이의 환자들에서(50세이하) 특징적으로 높은 사망율을 보였다. 하악골절제방법의 차이는 환자의 생존예후에 통계적으로 유의할 만한 영향을 주지 못했다.

      • A Clinical Study on Tumors of the Parapharyngeal Space

        김영민(Young Min Kim),노영수(Young Soo Rho),박영민(Young Min Park),임현준(Hyun Joon Lim) 대한두경부종양학회 1994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1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부인두강(Parapharyngeal space)는 비인두강과 구인두강에 인접하여 위로는 두개저, 아래로는 설골사이에 위치하는 해부학적 잠재공간으로 이곳에 발생하는 종양은 매우 드무나 다양한 병리조직학적 소견을 보이며 인접한 중요장기들로 인한 수술적 어려움으로 두경부 외과의사의 관심이 되어 왔다. 최근 CT나 MRI의 도입으로 이학적 검사가 어려웠던 이부위의 진단에 많은 도움을 얻게 되었고, 발달된 수술방법의 사용으로 크기가 매우 큰 종양도 절제가 가능하게 되었다. 저자들은 1990년 9월부터 1993년 8월까지 한림대학교 이비인후과학교실에서 술전 CT나 MRI를 시행한 후 조직검사로 확진된 부인두강 종물 22례의 후향적 임상분석을 시행하여 다음의 결과를 얻었다. 1) 양성종양이 11례(30.0%), 악성종양이 11례(50.0%)로 빈도에 차이는 없었다. 2) 종양의 조직학적 기원은 타액선종양이 10례(45.5%)로 가장 많았으며 신경종양이 4례(18.2%)였고 기타 종양이 8례(36.4%)로 다양하였다. 3) 방사선학적 진단방법으로는 18례(81.8%)에서 CT를 시행하였고 필요한 경우에 MRI를 5례(22.7%), 혈관조영술을 3례(13.6%)에서 시행하였다. 4) 치료방법으로는 악성종양은 수술 및 방사선치료 또는 항암약물요법을 병리조직검사 결과에 따라 단독 또는 병합하여 시행하였고, 양성종양의 경우에는 모두 수술을 시행하였는데 수술방법은 경이하선 접근법이 가장 많이 사용되었다. 5) 추적조사는 평균 20개월로 양성종양의 경우는 모두 종양의 재발이 없이 치료되었으나 악성종양 중 전이암 1례와 악성 임파종 1례가 사망하였다.

      • 두경부재건을 위한 유리조직 이식술

        오석준 대한두경부종양학회 1996 대한두경부종양학회 학술대회 논문집 Vol.1996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소타액선 종양에 관한 임상적 고찰

        이종수(Chong Soo Lee),최종욱(Jong Ouck Choi),이승호(Seung Ho Lee),정광윤(Kwang Yoo Jung),이남준(Nam Joon Lee) 대한두경부종양학회 1994 대한두경부 종양학회지 Vol.1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최근 7년간 저자들이 치험한 소타액선 종양 26례에 대하여 임상양상과 치료 결과를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성적을 얻었다. 1) 발생부위를 구개 10례 (38.5%), 비강 및 부비동 8례 (30.8%), 설근부 2례 (7.7%), 협부 점막 2례 (7.7%), 구순 1례(3.8%), 후두개곡 1례(3.8%), 구강저 1례(3.8%), 비인강 1례(3.8%)이었다. 2) 병리조직학적 소견은 양성 종양 10례, 악성종양 16례이었으며, 양성 종양은 전례가 다형성선종이었으며, 구개에서 6례로 가장 많았고, 악성종양은 비강 및 부비동 5례로 가장 많았으며, 선양낭성암종 9례, 악성혼합종 2례, 점액표피암종 2례, 다형성선암종 2례, 상피근상피성암 1례이었다. 악성화율은 61.5%이었다. 3) 치료는 양성 종양은 모두 적출술을 시행하였고 악성 종양은 광범위 적출술 4례(25.0%), 수술 및 방사선요법의 병합요법 9례(45.2%), 항암화학요법 및 방사선요법의 병합요법 1례(5.25%), 방사선 요법 2례(12.3%)등을 시행하였다. 4) 악성 종양에 대한 치료 결과는 근치적 치료를 시행한 8례에서는 무병생존 6례, 유병생존 1례, 유병사망 1례를 보였으며, 고식적 치료를 시행한 6례에서는 유병생존 2례, 유병사망 4례를 보였다. 이상의 성적에서 소타액선 종양은 대타액선 종양에 비하여 악성화 비율이 높고 선양낭성암종의 발생 빈도가 높아 그 침범 부위를 정확히 파악하는 것이 치료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으며, 고식적 치료의 범위를 확대하여 보다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Minor salivary gland tumors vary in their primary sites, histopathology and bilogical behavior. Therefore various factors are considered in selecting the treatment modality and predicting the prognosis. The prognosis of milignant tumors of minor salivary glands are worse than that of such lesions of major salivary glands. Authors experienced 26 cases of minor salivary gland tumors(10 benign tumors and 16 malignant tumors) during the past 7 years and analyzed their clinical characteristics. 1) The palate was the most common site of origin of minor salivary gland tumors (38.5%). 2) The most common benign tumor was pleomorphic adenoma and majority of them occur red in the palate(60.0%) and the remaining occured in the nasal cavity or the paranasal sinuses (30.0%), and the lip ( 10.0%). 3) In the case of malignant tumors the most frequent sites were the nasal cavity or the paranasal sinuses (31.3%) with the following histopathologic frequencies: adenoid cystic carcinoma(56.3%), malignant pleomorphic adenoma(12.5%), mucoepidermoid carcinoma(12.5%), polymorphic adenocarcinoma (12.5%), epthelial-myoepithelial carcinoma (6.25%). 4) Minor salivary gland tumors have high probability of malignancy and tumor extension is important to their treatment.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