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간협, 2005년도 이렇게 보냈다

            대한간호협회,Korean,Nurses,Association 대한간호협회 2005 대한간호 Vol.44 No.6

            올 한 해 우리 간호계는 고령화 · 저출산 문제와 보건의료서비스시장 개방 등 급변하는 시대 흐름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간호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간호사의 역할을 확대시켜 나가는 데 온힘을 쏟아왔다. 특히 지난 5월에는 국제간호사의 날을 맞아 한마음대회를 열고 간호법 제정을 염원하는 간호사들의 결연한 의지를 다졌다. 또 한마음대회에서 시작된 '희망나눔 사랑나눔 장기기증 캠페인'은 국민건강 옹호자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더불어 사는 따뜻한 공동체를 만드는데 간호사들이 앞장섰다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한간호복지재단은 지난해 재가복지시설인 '대한간호주간보호센터'를 운영한데 이어 10월에는 여가복지시설인 '용인시노인복지회관' 운영을 시작했으며, 노인의료복지시설인 '실비노인전문요양원'을 12월 신축한다. 이에 따라 재가 복지시설과 여가복지시설, 노인의료복지시설 등을 모두 갖추게 됨으로써 우리나라 노인보건복지사업을 이끌어나갈 토대를 구축하게 됐다. 아울러 지난 8월에는 전문간호사제도가 도입된 이후 처음으로 가정전문 간호사와 마취전문간호사 자격시험이 치러졌다. 전문간호사 자격시험은 정부로부터 공식 위임을 받은 한국간호평가원에서 성공적으로 시행했다. 한편, 지난 5월 대만에서 열린 제23차 국제간호협의회(ICN) 총회에서는 우리나라가 ICN 이사국으로 선출됨으로써 세계 간호무대에서 한국 간호의 위상을 빛내기도 했다. 역동적이고 자랑스러운 생생한 희망과 비전을 제시했던 올 한 해 진행된 주요사업을 통해 간호의 현주소를 돌아본다.

          • 간호업무를 위한 기준확립

            대한간호협회 대한간호협회 1970 대한간호 Vol.9 No.1

            지난 이태 동안, 미국간호협회에서는 5개 분과위원회의 간호원들이 모여 ''간호란 무엇인가?''라는 문제에서 그 기준을 모색하기 위해 고심해 왔다. 공중 보건간호나 노인병간호, 모자보건간호, 일반 내$\cdot$외과간호, 정신과 간호등 다섯 분과위원회는 각분야의 업무평가 기준을 확립하기 위하여 수차 회으를 통하여 각분야의 간호업무 본질을 조사하였다. 이들의 조사결과는 ''간호란 무엇인가''를 확실히 하여 다른 사람을 이해시키고 업무수행 능력의 측정의 기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최근에 다섯개분과의 간호원들은 이 결과를 보고하기 위해서 저널지에서 토론하였는데 이 토론 가운데는 각 분과 위원회의 유사점을 비교했고 상반되는 점들을 서로 알게 되었다. 간호원들의 능력을 측정하는 수단 이외에는 어떤 분과도 간호업무의 실행능력 측정의 방법에 대해서 아무 전례도 가지고 있지 못했다. 각 분과회의는 장시간에 걸쳐 맡겨진 분야를 연구하여 초고(草稿)를 만들고 다시 수정하고 난 후에 실무간호원 및 고문으로부터 여러가지 의견을 받아 들였다. 이렇게 하여 간호기준은 여러가지 단계를 거쳐 완성되어 가고 있으며 각 부분이 끝나는 대로 발행될 것이다. 제일 먼저 ''노인병간호'' ''정신과 간호''의 업무기준이 곧 발행될 것이다. 모자보건위원회는 마지막 평가를 받기 위해 각 주에 있는 위원회에 그 간호기준을 보낼 계획이다. 일반 내$\cdot$외과간호 위원회에서는 이미 만들어 놓은 간호 기준을 50명의 전문 간호원들로 페널 디스커?을 가질 계획이며, 공중보건간호위원회는 9월에 열릴 회의에서 마지막 단계로 들어 갈 것으로 보고 있다.

          • Theme history - 파독간호사 - 경제발전의 밑거름, 민간사절단 역할도 '톡톡' 오늘날 '대한민국' 만드는데 큰 몫 담당 -

            대한간호협회 대한간호협회 2008 대한간호 Vol.47 No.3

            1960년 초부터 1970년대까지 7천여 명의 간호사들이 국가경제를 살리기 위해 조국을 떠났다. 우리나라 간호사들의 탁월한 간호기술과 성실한 근무태도는 민간사절단 역할도 톡톡히 해냈으며 세계가 한국을 새롭게 바라보게 만들었다. 이들이 고국에 송금한 봉급은 곧 우리나라 경제발전의 밑거름이 됐고 한국 노동자들이 세계로 진출하는 물꼬를 트는 계기로 작용했다. 독일에 진출한 간호사들은 그 누구보다 성실히 일했다. 우리나라가 빈곤국에서 벗어나 오늘날의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큰 몫을 해냈으며, 또 재외한인사회 구축과 한민족의 세계화에도 기여했다. 대한민국 건국60년을 맞아 간호사 파독의 의미를 재조명해 본다.

          • 2006년 대한간호협회 사업계획 및 예산

            대한간호협회,Korean,Nurses,Association 대한간호협회 2006 대한간호 Vol.45 No.2

            '회원의 자질향상을 도모하고 직업윤리를 준수하며 회원의 권익옹호와 국민건강 및 사회복지 증진과 국제교류를 통한 국가 간호사업 발전에 기여함을 목적(대한간호협회 정관 제2조)'으로 설립된 대한간호협회, 2006년에는 우리 간호사를 위해 어떠한 부분에서 전문적인 사업들을 펼쳐나갈지 살펴본다.

          • 간호사들 간의 세대차이 인식 정도

            대한간호협회,Korean,Nurses,Association 대한간호협회 2007 대한간호 Vol.46 No.1

            사람과 사람이 함께 하는 것은 서로 다른 가치관이 만나는 일이다. 애정으로 엮인 가족, 연인, 친구 사이라고 해도 때로는 마찰을 빚기도 하는데, 하물며 일로 연결된 직장 내 관계는 어떨까. 특히 서로 다른 사회 문화 환경에서 성장한 세대간의 '차이'는 적잖은 조직들에서 '갈등'의 원인이 되고 있기도 하다. 20대부터 50대 이후까지 여러 연령이 함께하는 간호 조직 또한 마찬가지. '간호'라는 공통분모를 갖고 있지만 나이만큼 다양한 관계의 방식에 따른 크고 작은 갈등이 잠재되어 있을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간호사들은 얼마만큼 혹은 언제 세대차이를 느낄까? 또는 다른 세대를 얼마나 이해하고 있을까? 선후배 간호사들의 세대 간 차이에 대한 인식과 이해도를 알아보기 위해 세대별 설문조사를 실시해 보았다. 조사 참여 인원은 총 215명 이었으며, 연령은 20대 61명(48.8%), 30대 64명(21.2%), 40대 53명(60.9%), 50대 37명(39.1%)으로 구성됐다. 직위는 일반 간호사(71.2%), 주임 혹은 수간호사(11.2%), 간호과장(3.2%), 간호부서장(2.4%) 외 보건교사, 보건관리자, 연구조교, 대학교 보건소 근무자, 교육 간호사 등 다양했다. 조사 결과를 크게 20~30대와 40~50대로 나누어 싣는다.

          • 1978년도 교육실태조사

            대한간호협회 대한간호협회 1979 대한간호 Vol.18 No.1

            본 조사를 1978년 7월부터 11월까지 전국 52개 간호 교육 기관의 교육 실태를 분석 검토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전국 간호 교육 기관 수는 대학과정 14개교, 전문학교 38개교이었으며, 설립별로 분류하여 보면 국립은 9개교, 공립 16개교, 사립은 27개교이었다. 2. 입학시 연령 제한 학교는 19개교로 그중 대부분이 26세 미만으로 제한하고 있었다. 3. 학년당 학생 정원은 80명이상인 학교가 26개교로 50.9$\%$나 40명이하인 학교는 19개교로 3.53$\%$이었다. 4. 남학생을 공동 모집하는 9개교 중 현재 5개교에 재학하고 있었으며 총 남학생수는 42명이었다. 5. 1978년도 총 졸업생수는 총 3,161명으로 11월 현재 취업률은 83.9$\%$, 미취업율은 16.0$\%$을 나타내고 있다. 7. 전국의 총 간호 교수는 648명으로 77년보다 45명 증원되었고, 조교수 이상은 230명으로 35.4$\%$이었다. 8. 간호 교육 기관장의 전공분야를 살펴보면 간호학, 의학, 기타분야의 비슷한 현상을 보였고 대학 과정에서는 간호학 분야전공자 수가 단연 우세하였으나, 전문 학교 과정에서는 간호학 전공자는 7인, 의학전공자 14인, 기타분야 16인이었다. 9. 1977년 9월이후 조사기간까지 출판된 저서는 총 14권, 논문은 253편이었다.

          • RETIREMENT VILLAGE에 거주하는 자가 돌봄이 가능한 노인들의 지역사회 서비스에 대한 욕구 사정

            이현주,Lee,,Hiun-Ju 대한간호협회 1998 대한간호 Vol.37 No.3

            지역 사회 서비스는 노인들이 질적으로 보다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는 기능을 해야 한다. 적절한 서비스의 공급을 위해서는 지역사회 서비스 욕구 사정의 과정이 우선적으로 요구되어지며, 이에 본 연구는 호주 NSW주 Illawarra지역내의 retirement village에 거주하는 자가 돌봄이 가능한 노인들의 지역사회 서비스에 대한 욕구를 평가하는데 그 목적을 두었다. Illawarra지역내의 여덟개 retirement village에 거주하는 98명의 자가 돌봄이 가능한 노인들을 대상으로 그들의 1) functional status; 2) 지역 사회 서비스에 대한 지식정도; 3) 지역 사회 서비스 사용정도; 4) 지역 사회 서비스 만족도; 5) 잠재적인 지역 사회 서비스 욕구 등에 대한 자가 보고형 설문조사가 이루어졌다. 수집된 자료들은 JMP(for Mackitosh) program으로 통계 처리되었고, computed frequencies가 본 연구의 목표 달성을 위해 주로 사용되었다. 연구 결과를 요약하면 아래와 같다. 1. 평균 연령 76세인 대상자들의 80%이상이 그들의 일상 생활 운영에 다른 사람의 도움을 필요로 하지 않으며 건강상태 또한 양호하다고 자각했다. 2. 90%이상의 대상자들이 지역 사회 서비스를 이용하지 않았다. 3. 70%이상의 대상자가 지역 사회 서비스의 존재에 대해 지각하고 있었다. 4. 60%이상의 대상자가 필요시에는 지역 사회 서비스에 관한 정보를 어렵지 않게 얻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 5. 40%의 대상자가 기존의 지역 사회 서비스에 대한 양과 질에 만족을 나타냈고, 그 외의 대상자들 (60%)은 그 지역 사회 서비스에 대한구체적인 지식이 없다고 보고했다. 6. 25%의 대상자들이 여러 지역 사회 서비스에 관한 관심을 보였다. 결론적으로 대다수의 대상자들은 대부분의 지역 사회 서비스들을 필요로 하지 않았고, 이러한 결과는 현재 자가간호가 가능한 retirement village 거주 노인들에게 당연한 것으로 보여진다. 그러나, 자존감이 강한 노인들에게 서비스 욕구는 자가 돌봄이 건강에 대한 포기정도로 왜곡되어 자각될 가능성이 있는 만큼, 본 연구를 통해 보고된 대상자들의 지역 사회 서비스에 대한 관심도는 고려해 볼만한 가치가 있다고 여겨지며, 이에 노인들의 자존감이 서비스 욕구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를 제언하는 바이다.

          • 간호교육 - Iowa 주에서 열린

            대한간호협회 대한간호협회 1967 대한간호 Vol.6 No.6

            최근 Iowa주 간호협회, 제2지구 주최로 Iowa 주 Marshall town 에서 개최된 토론회기사가 우리에게 좋은 참고재료가 될 것같아 여기 옮기기로 했다. 이 토론회에는 간호원을 위시하여 병원행정관, 학생 및 기타 간호사업에 관심을 가진 인사들 약 500명이 참석하였었다. 왜 이 많은 사람들이 이 문제에 흥미를 가지고, 토론회를 열게끔 되고 참석하게끔 되었는가 하는 의문에 대한 해답을 원문의 편집자는 아래와 같이 풀이하고 있다. 즉 ''간호교육에 대한 깊은 관심과 나아가서는 간호사업이 당면한 딜렘마에 대한 절실한 관심 때문이다''라고. 이 문제 토론을 이끌어 주신 분은 Iowa주에 있는 Iowa주립대학교 간호대학 학장이시며 저명한 간호교육자이신 Laura C. Dustan 여사와 New York의 Albany Medical Center 의무부총장인 Thomas Hale 박사의 두분인데 Hale박사는 병원 부속 간호학교제도를 제창하는 분이다. 여기 위 두분의 연설문과 연설 후에 있었던 방청객과의 질의 및 토론의 발체문을 제한된 지면 관계로 일부만 실리겠다.

          • KNA FOCUS - "2008 건강한모유수유아선발대회"전국 13개 지역에서 개최 - 대국민 모유수유율 향상에 크게 기여 -

            대한간호협회 대한간호협회 2008 대한간호 Vol.47 No.3

            대한간호협회는 "2008 건강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를 전국 13개 지역에서 7월부터 9월에 걸쳐 개최했다. 건강한 모유수유아 선발대회는 국민건강의 가장 기초가 되는 유아기 건강과 건강한 인격형성을 위해 대한간호협회가 1995년부터 해마다 개최하고 있는 행사로 우리나라 모든 아기들이 영양소가 풍부한 엄마젖을 마음껏 먹고 자랄 수 있는 세상을 앞장서 만들어나가겠다는 간호사들의 의지를 담고 있으며 엄마젖 먹이기의 국민적 관심과 붐을 일으키면서 명실상부한 지역축제로 자리잡고 있다.

          • 간호사 중심의 전문요양시설이 저비용 고효율 - 주간보호센터, 너싱홈 운영으로 간호영역 확대

            김명옥 대한간호협회 2005 대한간호 Vol.44 No.3

            사회복지법인 대한간호복지재단(Korean Nurse Foundation)은 급속히 변모하는 사회와 인구학적인 보건의료분야 변화에 부응하여 어르신을 위한 시설의 필요성을 갖고, 대한간호협회가 간호사의 위상정립과 회원복지 및 교육을 위한 자체의 장을 마련하고자 2003년 9월 사회복지법인 설립을 추진하고 2개월 뒤 이사회를 구성했다. 이어 작년 1월 국민의 건강옹호자로서 보건복지, 의료복지, 사회복지 등 각 영역에서 간호전문직이 다양한 건강간호서비스를 제공하고 국민의 복지향상을 위한 대국민사업으로 대한간호복지재단을 설립하고 8월에 출범식을 가졌다. 복지재단에는 노인의료복지시설(실비노인전문요양원)과 재가노인복지시설(주간보호센터)이 있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