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Multilingualism in the Linguistic Landscape of Konkuk University Glocal Campus

        장인철,황병후,Liu Zhuolin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19 스토리&이미지텔링 Vol.18 No.-

        The globalization of higher education has reshaped language use and practice on campus. As increasing numbers of international students change the campus into a more multilingual space, a variety of multilingual signs posted on bulletin boards and streets on campus become commonplace. Against such a backdrop of sociolinguistic changes on the globalizing campus in higher education, this study explores the ways in which multiple languages are chosen and used in South Korean higher education. Drawing on the framework of linguistic landscape, the present project analyzes multilingual signs displayed in public spaces of Konkuk University Glocal Campus, a local university that has pursued internationalization policies over the past decade. For this purpose, 208 public signs were collected from thirteen locations and analyzed in terms of language, producers, and communicative functions. The analysis reveals that a typical multilingual sign is in English and Korean and is created by the university authorities for referential functions. The most multilingual spaces are the library, a building for international education, and the dormitory, as these locations display various languages and language combinations. English is the most dominant foreign language in multilingual signage. Chinese and Vietnamese signs have begun to be increasingly present at KU, but their communicative functions are relatively limited. Based on such findings, implications for the university’s language and internationalization policies are also discussed.

      • KCI등재

        포스트모던 그림책이 아동의 공감능력에 미치는 효과

        나선희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17 스토리&이미지텔링 Vol.14 No.-

        본 연구는 포스트모던 그림책이 아동의 타자 이해 및 공감능력 증진에 대해 갖는 가능성을 탐색하기 위한 목적에서 이루어졌다. 서울 소재 초등학교 5학년 두 학급을 대상으로 한 학급에서는 8권의 포스트모던 그림책을, 다른 학급에서는 8권의 옛이야기 그림책을 읽게 한 후, 그림책 읽기가 공감능력에 미치는 영향을 양적으로 분석한 결과, 포스트모던 그림책을 읽은 실험집단에서 관점취하기를 제외하고는 공감능력이 향상됨을 알 수 있었다. 반면 옛이야기 그림책을 읽은 통제집단에서는 오히려 공감능력이 감소하는 경향을 보여 이야기 서술 방식이 공감 능력 증진에 영향을 미침을 알 수 있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effect of postmodern picturebooks on children’s empathic ability. The subjects of this study included 40 fifth grade students from 2 classes in the D elementary school, located in Seoul. The students were divided into 2 groups- one half was a control group and the other half was an experimental one. The control group included 8 shared-readings 8 fairy tale picturebooks, the experimental group 8 shared-readings 8 postmodern pitturebooks with the same teacher, once a week for 8 weeks. The evaluation of empathic ability was performed before and after the 8 picturebooks readings in each group to verify the effects of postmodern picturebooks reading on children’s empathic ability. The results of the evaluation was analyzed using statistical software SPSS Ver. 18.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The experimental group with postmodern picturebooks reading showed an increase of 3 sub-factors of empathic ability except the perspective-taking. But the control group with fairy tale picturebooks reading showed a decrease of empathic ability. This result was also identified through the analysis of questionnaires completed by the students in both of the groups after picturebooks readings. In sum, the postmodern picuturebooks can help the child reader to develop empathic ability through multiple narratives and alternative meanings

      • KCI등재

        돈 들릴로의 문학적 상상력과 음악의 진화 : 『그레이트 존스 스트리트』를 중심으로

        김수임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21 스토리&이미지텔링 Vol.22 No.-

        Don DeLillo has been sensitive to the way science has redefined the concrete realities of contemporary life. This study is especially focused on the point that the evolution of music constructs metaphorical network by DeLillo’s literary imagination in Great Jones Street. The protagonist, Bucky Wunderlic’s music cried out against the Vietnam War and the assassinations of John F. Kennedy and Martin Luther King Jr. in the 1960s, giving vent to the people’s rage at these injustices. How can music amplfy people’s indiscriminate rage? This is the starting point of this study and its solution is to analyze DeLillo’s novel based on the evolutionary perspective that music could be a means of exploring social interaction. 들릴로는 과학이 현대의 구체적인 현실을 재정의하는 방식에 관심을 보인다. 본 연구는 특히 그레이트 존스 스트리트를 중심으로 음악의 진화가 들릴로의 문학적 상상력을 통하여 은유적 연결망을 구현하는 지점에 초점을 맞추고자 한다. 버키의 음악은 군중에게 베트남 전쟁 및 케네디와 킹 목사의 암살 등 1960년대 발생한 국내외의 고통스러운 역사를 소환하는 매개가 됨으로써 그들을 공분의 소용돌이로 몰아넣는다. 본 연구는 음악이 어떻게 인간의 감정을 극단으로 몰아넣고 공감 능력을 자극하면서 공동체 의식을 이끌 수 있는가하는 문제의식에서 비롯되었다. 그 해결방안은 음악이 인간의 소통방식과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다는 진화론적 논거를 중심으로 들릴로의 소설 읽기에 도전하려는 것이다.

      • KCI등재

        상호텍스트성 관점으로 모리스 샌닥의 삼부작 읽기

        서병철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17 스토리&이미지텔링 Vol.14 No.-

        This paper is to analyze Maurice Sendak's trilogy, which are Where the Wild Things Are, In the Night Kitchen and Outside over There, depending on the literary theory such as "Intertextuality". This study is going to be divided into three parts. The first part is to compare Where the Wild Things are to Little Red Riding Hood which is one of the famous traditional fairy tales, specifically focusing on characters and settings in two works. When it comes to In the Night Kitchen, this paper will concentrate on the relationship with Little Nemo in Slumberland, which had been composed between 1905 to 1914. His work, Outside over There, has been thought to bear the characteristic of Baroque art. In conclusion, what is going to be considered most in this paper is to expand the interpretation of his trilogy by investigating a variety of literary works. 본 연구는 미국 어린이 문학사에서 가장 중요한 그림책 작가 중 한 명인 모리스 샌닥(Maurice Sendak)의 그림책에 나타난 상호텍스트성을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모리스 샌닥의 작품을 보다 폭 넓은 관점에서 살펴보는 것을 그 목적으로 한다. 현재 모리스 샌닥 그림책에 대한 상호텍스적 연구가 부재한 상태라서 더욱 본 연구가 유의미할 수 있다고 생각하며, 본 연구는 모리스 샌닥의 3부작 그림책인 『괴물들이 사는 나라』, 『깊은 밤 부엌에서』 그리고 『저 너머 건너편에』를 중심으로 그의 작품에 나타난 상호텍스트성을 살펴보려 한다. 본 연구는 본론을 크게 3파트로 나누어 논지를 전개시키려 한다. 『괴물들이 사는 나라』는 전래동화 「빨간 모자」이야기와의 관계를 파악하고 주인공인 맥스와 빨간 모자의 모습을 비교 분석해 보도록 한다. 본론의 두 번째 파트는 『깊은 밤 부엌에서』와 윈저 맥케이의 『잠의 나라의 리틀 네모』를 비교 분석하도록 한다. 이 부분에서는 모리스 샌닥이 맥케이의 만화 형식에서 어떤 부분을 차용했는지를 분석해 보도록 한다. 본론의 마지막 파트는 『저 너머 건너편에』이 지니고 있는 바로크 미술의 특징을 살펴보도록 한다. 각각의 본론에 해당하는 부분에서 가장 중요하게 다룰 사항은 그림책으로서의 그림의 형식과 내용 그리고 스토리텔링의 변화가 가져다주는 문학적 즐거움과 교육적 기능의 탐색이다.

      • KCI등재

        동서양 고전에 나타난 사회개혁 의지와 유토피아 건설: 『걸리버 여행기』와 『허생전』을 중심으로

        신만철(Shin, Man-chul)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20 스토리&이미지텔링 Vol.20 No.-

        과학만능주의 시대에 과연 인류의 숙원인 유토피아는 건설될 수 있는가? 이 연구의 출발은 바로 이 질문에 관한 답을 찾고자 하는 시도에서였다. 인류는 고대로부터 수많은 이상향을 꿈꾸어왔다. 사람의 발길이 닿을 수 없는 깊숙한 고원, 누구도 가보지 못했던 섬나라, 또는 꿈이나 상상의 형태로 존재해왔다. 필자는 조나단 스위프트의 『걸리버 여행기』와 연암 박지원의 『허생전』을 통해 공통으로 발견되는 유토피아적 요소와 사회개혁의 실천 의지를 살펴보고자 한다. 이것은 동양과 서양을 막론하고 유토피아 관념이 현실 자체와 동떨어져 있지 않다는 것을 입증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이상적 사회건설을 위한 선결 조건을 탐색할 수 있도록 해준다. 본 연구는 조나단 스위프트와 연암 박지원이 공유하고 있는 사회비판 정신과 사회개혁 의지가 작품 속에서 체현되는 과정을 살펴볼 것이다. 두 작가 모두 사회 격변기에 활동하였으며 시대를 앞서보는 통찰력이 그들의 작품과 사유 속에 내포되어 있다. 『걸리버 여행기』와 『허생전』에서 목격되는 유토피아 건설에 관한 인간의 욕망과 유토피아 건설의 한계점을 탐색함으로써 필자는 유토피아 건설을 위해 인류 공통으로 선결해야 할 과제가 무엇인지 도출하고자 한다. 스위프트와 연암 박지원이 수백 년 전 영국과 청나라에서 목격한 눈부신 과학기술의 발전이 오늘날 ‘4차 산업혁명’이라는 이름으로 우리 앞에 재현되고 있다. 더는 젖과 꿀이 흐르는 무릉도원과 같은 유토피아는 요구되지 않는다. 현재 인류는 지식과 기술이 인간을 진보케 한다는 유토피아적 사유로 이상적 사회건설을 위한 욕망을 발현하고 있다. 필자는 본 연구를 통해 『걸리버 여행기』와 『허생전』을 통해 도출되는 유토피아 건설의 한계점을 포착함으로써 기술과 지식이 집약된 이상적 사회건설을 위한 실마리를 제공하고자 한다. Can Utopia, the long-cherished desire of mankind, be built in the age of scientism? The start of this study was in an attempt to find answers to this question. Human beings have dreamed of numerous ideals since ancient times. It has existed in the form of a deep plateau that no one can reach, an island country that no one has ever been to, or a dream or imagination. I would like to look at the utopian elements found in common through Jonathan Swift’s Gulliver’s Travels and Yeonam Bak Jiwon’s Heosaengjeon and his willingness to practice social reform. This proves that utopian ideas, both in the East and the West, are not far from reality itself, furthermore it allows us to explore pre-determined conditions for constructing of ideal societies. This study will investigate the process in which the spirit of social criticism and the social reform are embodied in the work, which are shared by Jonathan Swift and Yeonam Bak Jiwon. Both authors have been active in social upheaval, and their insights are embedded in their works and thoughts. By exploring the human desire for constructing of Utopian societies and its limitations which are witnessed in the Gulliver’s Travels and Heosaengjeon, I am trying to figure out what tasks should be predetermined to build Utopia. The remarkable development of science and technology witnessed by Swift and Yeonam Bak Jiwon in Britain and the Qing Dynasty hundreds of years ago is presented today in the name of the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Utopia such as Mureung Dowon, where milk and honey flow, is no longer required. Currently, mankind is expressing its desire for building ideal societies by the utopian reasoning that knowledge and technology make human progress. Through this study, I attempt to provide the clue for the construction of an ideal society where technology and knowledge are concentrated by figuring out the limitations of the construction of Utopia, which are derived through the Gulliver’s Travels and Heosaengjeon.

      • KCI등재

        확장된 공감으로서의 VR영화 연구: VR영화 〈기억을 만나다〉사례중심으로

        전주현(Jeon, Joo-hyun)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20 스토리&이미지텔링 Vol.20 No.-

        본 연구는 영화가 관객의 공감을 얻기 위해 기술적으로 어떤 발전이 있었으며, VR영화의 몰입도 향상을 위한 방법을 찾아보고 제언하는 것이 목적이다. 이를 위해 관객의 몰입을 끌어내기 위한 영상기술의 발전사를 살펴보고, 스토리로써 공감 확장, 연출로써 공감 확장, 물리적 환경으로부터의 공감 확장에 관해 연구하였다. VR 영화 –기억을 만나다-의 사례를 통해 3가지 공감 확장 기술에 대해 분석하였으며 이로 인해 VR 영화의 기술, 상영 및 제작 환경의 문제점에 대한 대안 마련도 필요하지만 이보다 스토리적, 연출적 문제에 관한 연구가 필요하다. The study aims to find out how the film technically developed to gain audiences’ sympathy and to suggest how to improve the engagement of VR films. For this, the study focused on the development history of imaging technology that strived to induce audiences’ immersed emotion and studied the extension of sympathy in terms of story, direction, and physical environment. Through the case of VR film–Meet the Memories-, the study analyzed three sympathy extension technology, which leads to proposing solutions for problems related to technology, screening, and production environment of VR film, as well as studying problems related to the storyline and directing.

      • KCI등재

        조선 후기 『무이지』와 구곡에 대한 담론 탐색

        이효숙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21 스토리&이미지텔링 Vol.22 No.-

        In East Asia, writers and scholars have expressed their values in arithmetic and nature in literary works. A representative example of this is works that recite Gugok(九曲). Joseon's writers and scholars actively accepted the runner's unencumbered management as a way of 'scholarship'. Based on the research results so far, I explored how the discourse on Gugok in the late Joseon Dynasty was expanded. I studied the distribution of Muji(武夷志) and the difference in the interpretation of Muidoga according to academic backgrounds. And I compared and analyzed the trends in the creation of related literary works with the form of enjoyment of Gugok, which they actually managed due to the difference in their perception of Mui Gugok. As a result of the study, it could be understood that the debates based on the understanding of Muidoga developed with a controversial character for each school after the Byeongja Horan. The Yeongnam School and the School of Symbolism were clearly divided in their understanding of “Muidoga”. The Yeongnam School regarded it as a manifestation of natural sexuality, and the Semitic School interpreted it as a poem that contained a system of differences. While the Yeongnam School took on an individual and free form in the management of Gugok, the Shinho School tried to enjoy the Gugok centering on Gugok as a base in terms of the succession of Domaek. In the form of poetry, the School of Symbols adhered to the form of Muidoga, but the School of Yeongnam School showed a comparative form under the theme of individual sexuality. 조선의 성리학자들은 산수 자연 경물에서 성리학적인 질서를 찾아 문학작품으로 구현하고자 하였다. 그 대표적인 예가 九曲을 읊은 작품들이다. 조선의 문인·학자들은 ‘學朱子’의 한 방식으로 주자의 무이구곡 경영을 적극적으로 수용하였다. 본고는 연구 성과를 토대로 조선 후기 구곡에 대한 담론이 어떻게 확장되는가를 탐색하였다. 『무이지』의 유통과 학맥에 따른 「무이도가」 해석에 대한 차이를 살펴 무이구곡에 대한 인식의 차이로 인해 실제 그들이 경영했던 구곡 향유 형태와 관련 문학 작품 창작에 나타난 경향을 비교 분석하였다. 연구 결과, 우선 「무이도가」의 이해에 따른 논쟁은 병자호란 이후 학파별로 논쟁적 성격을 띠며 발전하였다는 것을 파악할 수 있었다. 영남학파와 기호학파는 「무이도가」에 대한 이해가 극명하게 구분되었다. 영남학파는 자연스러운 성정의 발현이라고 여겼으며, 기호학파에서는 입도차제를 담은 시로 해석하였다. 구곡 경영에 있어서 영남학파는 개별적이고 자유로운 형태를 띠는 반면, 기호학파는 도맥의 계승이라는 차원에서 거점이 되는 구곡을 중심으로 구곡을 향유하고자 하였다. 시의 형식에 있어서도 기호학파는 「무이도가」의 형식을 고수하는 형태를 보였으나 영남학파는 개인의 성정도야라는 주제 아래 비교적 자유로운 형식을 보였다.

      • KCI등재

        A Study on the Collective Violence and Tragic Death in The House of Mirth

        Kang, Jun-soo(강준수)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20 스토리&이미지텔링 Vol.20 No.-

        본 연구의 목적은 이디스 워튼(Edith Wharton)이 저술한 『환락의 집』(The House of Mirth)에서 묘사되고 있는 뉴욕 상류사회에 내재되어 있는 물질숭배, 경쟁적 구도, 그리고 폭력성의 폐해를 파악해보고자 하는 것이다. 이러한 상류사회의 그릇된 가치 추구는 도덕성과 양심을 지닌 한 개인을 철저하게 파괴시키면서 비극적인 결말로 이끄는 원인이다. 워튼은 『환락의 집』의 여주인공인 릴리 바트(Lily Bart)를 억압하는 상류계층들의 잘못된 도덕성을 제시해주고 있다. 이 작품에서 릴리를 파괴시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했던 인물은 버사이다. 그녀는 여성들이 서로에게 얼마나 잔인하고 경쟁적일 수 있는지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인물이다. 워튼은 릴리가 왜 뉴욕의 상류사회에 적응하지 못했는지에 대해서 독자들이 깨달을 수 있도록 상류사회의 치부를 드러내고 있다. 또한 워튼은 『환락의 집』에서 릴리에게 가해지는 상류사회의 정신적 억압과 폭력적인 면모를 통해서 그녀의 비극적 죽음을 더욱 극적으로 이끌어 내고 있다. 먼저, 릴리가 속하고자 했던 상류사회는 교환의 법칙, 물질숭배, 경쟁적 관계, 그리고 도덕성의 결여가 공존하는 공간이다. 이 작품에서 릴리는 상류사회에서 주체적인 삶을 살지 못한 채, 관찰의 대상으로 존재하면서 그녀만의 목소리를 내지 못하고 예속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그리고 릴리가 이런 입장을 취할 수밖에 없는 것은 그녀가 경제력을 상실하고 있기 때문이다. 물질적 가치를 신봉하는 상류사회에서 경제력의 부재는 치명적인 약점이라고 할 수 있다. 결국, 릴리가 상류사회에 속하지 못하고, 비극적인 죽음을 맞이하게 된 것은 그녀가 물질주의적 가치를 거부한 채, 도덕과 양심의 가치를 중요시하기 때문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damages of material worship, competitive composition, and violent behavior of the New York High Society, as depicted in Edith Wharton"s The House of Mirth. This erroneous pursuit of value in high society is devastating to an individual pursuing morality and conscience, leading to a tragic ending. Wharton suggests the wrong morality of the upper classes who oppress Lily Bart, the heroine of The House of Mirth. Bertha played a decisive role in destroying Lily in this work. She is a glimpse of how cruel and competitive women can be to each other. Wharton is revealing their prowess so that readers can see vividly why Lily has not adapted to New York"s upper class society. Wharton also maximizes her tragic death through the portrayal of psychological oppression and violent society Lily faced at The House of Mirth. First of all, Lily"s high society is a space where the laws of exchange, material worship, competitive relations, and lack of morality coexist. In this work, Lily does not live a subjective life in high society, but exists as an object of observation and maintains a subordinate relationship without making her own voice. And Lily is forced to take this position because she is losing economic power. The lack of economic power is a deadly weakness in the high society that believes in material values. Eventually, Lily is faced with a tragedy that leads to death, not adapting to the upper society, choosing moral and conscientious values rather than material values.

      • KCI등재

        제19대 대통령선거 정치광고의서사구조 비교연구

        이수범,김용준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19 스토리&이미지텔링 Vol.18 No.-

        This study examines the narrative structures of political advertising in the 19th Korean presidential election campaign. The aim of this study is to identify the similarities and differences of televised political ads between Jae-in Moon and Joon-pyo Hong, using Chatman’s analytical framework. As a result of comparative study, it was found that there were differences of approach types and binary oppositions of political advertising between Jae-in Moon and Joon-pyo Hong. Finally, the results of the analysis demonstrated that both Moon’s and Hong’s ads showed a tendency to appeal the electorate’s emotion and evoke their feelings through dramatized techniques. 본 연구는 지난 제19대 대통령선거에서 나타난 후보자들의 정치광고를 대상으로 이야기 구조와 담론 등의 서사구조를 분석하였다. 분석대상으로 선정된 문재인 후보와 홍준표 후보의 각 정치광고에서 나타나는 서사구조와 담론은 어떠한가를 분석하고자 하였으며 이를 위해 채트먼(Chatman)이 제시한 서사구조 분석틀을 활용하여 연구를 진행하였다. 각 후보의 정치광고를 비교분석한 결과, 두 후보가 국민에게 접근하는 방식과 후보자 간 이항대립 구조에 차이가 있음을 확인하였으며 두 후보 모두 정치광고를 통해 객관적인 정보를 전달하는 것이 아닌 후보자 자신의 이미지를 긍정적으로 형성하는 감성광고를 위주로 정치광고를 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KCI등재

        TV사극의 보편적인 캐릭터 구현 방법 : <추노>, <뿌리 깊은 나무>, <구르미 그린 달빛>을 중심으로

        최지운 건국대학교 GLOCAL(글로컬)캠퍼스 스토리앤이미지텔링연구소 2019 스토리&이미지텔링 Vol.18 No.-

        TV사극은 많은 물적·인적 자원이 소요되는 드라마임에도 불구하고 매년 꾸준히 제작되었다.TV사극은 드라마의 구성요소들에 대중의 사회적·심리적 욕망에 부합하다고 여기는 것들을 적극 반영했는데 그중에서 캐릭터에 가장 중점을 두었다. TV사극의 캐릭터는 여러 변인에도 불구하고 나름의 보편적인 특징과 설정 방법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본고는 2010년대를 대표한다고 할 수 있는 사극들인 <추노>, <뿌리 깊은 나무>, <구르미 그린 달빛>에 등장했던 캐릭터들을 언급해가며 이를 살펴보았다. 우선 방영되었던 시기의 사회상에 부합하는 역사 속 인물이나 사회계층을 소환했다. 다음으로 역사 속 인물을 보다 매력적으로 돋보이게 만드는 허구캐릭터를 창조해 이들 간의 상호 작용을 중요시했다. 마지막으로 캐릭터들이 공통된 목적이나 소명 하에 집단을 형성해서는 다른 집단과 첨예한 갈등을 펼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최근에는 시청자층 및 선호되는 장르의 변화로 인해 TV사극 속 캐릭터 구현 방법에 많은 변화가 발생했다.그렇지만 보편적인 캐릭터 구현 방법이 현재의 TV사극에서 외면되는 것은 아니며 파생이나 첨가가 이루어지고 있다. 따라서 TV사극의 보편적인 캐릭터 구현 방법을 이해하면 TV사극을 제작하거나 감상하는 좋은 도구로 활용될 것이라 사려 된다. TV historical dramas have been produced steadily every year, despite the fact that they require a lot of physical and personal resources. TV historical dramas actively reflected what they considered to be in line with the public's social and psychological desires in the components of dramas, with the most emphasis placed on characters. The character of the TV historical drama has found that despite its various variations, its universal characteristics and methods of setting exist. This paper looked at the characters that appeared in the historical dramas Chuno, The Deep Rooted Tree, and The Moonlight Drawn by Clouds, which represent the 2010s. First, It summoned a historical figure that matched the social status of the time when it was aired. Next, he created a fictional character that was more attractive to historical figures, placing importance on the interaction between them, and finally finding that characters form groups under common purpose or calling, leading to sharp conflicts with other groups. Recently, many changes have occurred in the way characters are implemented in TV historical dramas due to changes in the audience and preferred genre. However, the universal method of characterization is not shunned by the current TV historical dramas, and is being derived or added. Therefore, understanding how TV historical dramas can be used as a good tool to produce or appreciate TV historical dramas.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