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후보

        Christianity and Moon-Young Lee’s Public Administration - Centering on the Understanding of the Reformation -

        Moon Kee Kim 세계섬학회 2016 World Environment and Island Studies Vol.6 No.1

        Moon-Young Lee is a layman, not a theologian or pastor, who practiced and influenced Christian values and world view during his academic journey. His impact has been felt for 130 years in Korean Christianity. Moon-Young Lee declares that the foundation of American public administration is the 95Theses of Martin Luther in his book ‘Man, Religion, State’. He also interprets the 95 Theses insections of “Methodology, Work and Men”. In relation to “Methodolgy”, Articles 1-7 and 92-95 explain repentance in its entirety. These articles show how man should live through out his life. The section about “Work” is classified in an ethereal world(articles8-55). These articles teach that the work of man is to pursue God’s justice not “profit” symbolized by purchase of indulgences. The section about “Men” is described in articles 56-91 and states that man is a being standing before God(coramDeo) not before priests or the church. Moon-Young Lee’s motive for joining public administration with Christianity is his childhood motto of: “I will study hard for my country from now on, but within the scope of Christianity.” For him, the 95 Theses of Martin Luther show the origin of and the foundation of three courses of action for public servants within administrative organizations.

      • KCI등재

        지구와 달의 운동에 대한 고등학생들의 생각

        변재성,정재구,문병찬,정진우 한국지구과학회 2004 韓國地球科學會誌 Vol.25 No.7

        본 연구의 목적은 인지 수준에 따른 고등학생들의 지구와 달의 운동에 대한 생각을 알아보는 데 있다. 연구를 수행하기 위하여 경기도 수원시에 소재한 일반계 고등학교 10학년 학생 73명을 선정하여, 인지 사고 수준이 상, 중, 하인 학생 5명을 표집, 질적 분석의 대상으로 삼았다. 연구 결과, 학생의 인지 수준이 높을수록 지구와 달의 공전과 자전에 대한 개념이 비교적 논리적이고 과학적으로 정립되어 있었다. 인지 수준이 중간인 학생의 경우, 보편적으로 수업 시간에 학습한 내용을 비판 없이 무조건 수용하고 암기하려는 수동적인 학습 태도를 가지고 있었으며 파지된 개념이 확장되지 못하고 쉽게 망각되었다. 또한, 지구와 달의 운동을 설명하는 과정에서 유년적 개념 및 직관과 오인이 나타났으며 논리적 오류를 범하는 경우도 있었다. 특히 달의 위상 및 계절 변화의 원인에 대한 설명에서 학생들의 오개념이 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지 수준이 낮은 학생들은 대체로 과학을 비롯한 학업 성취도가 낮음을 이유로 의욕적인 논리적 사고를 하려고 하지 않았으며, 개념을 인지하고자 하는 태도에서도 소극적이었고, 수동적인 '학습된 무기력'이 나타났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scertain high school student ideas on the motion of the Earth and moon by cognitive level. For this study, five students determined to be of high, middle and low cognitive level selected from 73 10th-grade students at a high school located in Suwon, Gyeonggido.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first, students at the high cognitive level had comparatively more logical and scientific conception on the revolution and rotation of the Earth and moon. second, students at the middle cognitive level, generally had a passive learning attitude to unconditionally memorize learned contents, so they were apt to forget learned contents, also their recognized conception was not enlarged. In addition, they had naive theories, intuitive ideas and misconceptions as well as made logical errors in the course of explanation for the motion of the Earth and moon. In the course of explanation for the phases of the moon and the cause of change of season, because of their scientific conception, the students made more and more errors in conception. finally students at the low cognitive level were not willing to think logically and positively and were very passive in the attitude to recognize conception. In addition. they have learned helplessness on the grounds that they have low scholastic achievement specially in science.

      • KCI등재

        이영훈의 노랫말에 나타난 유동적(流動的) 풍격미

        안시현(Ahn, Si-hyeon),김동문(Kim, Dong-moon) 한국문화융합학회 2018 문화와 융합 Vol.40 No.5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1980년 중반에 나타난 이문세의 발라드는 이문세만의 감성을 살리어 새로운 팝 발라드를 형성함으로써 ‘팝 발라드의 원조’로 불리었다. 그것은 이영훈이란 작가와 이문세라는 가수의 콤비가 만났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다. 따라서 이문세의 노래를 아름답게 만들어준 이영훈이라는 작가에 대한 심미의식을 고찰하는데 연구의 목적을 두고 고찰하였다. 연구방법은 이영훈의 생애를 살펴보고, 1985~1988년 사이의 작품 중 이문세가 노래하고 이영훈이 작사, 작곡한 곡 중 시간적 흐름이 표현된 작품을 구체적으로 분석하여, 동양적 관점에서 문학의 대표적 미학범주인 당나라 사공도(司空圖)의 이십사시품(二十四詩品) 중 유동(流動)의 미학범주를 적용하여 탐색하였다. 대중음악평론가 박준흠은 이영훈과 이문세를 일컬어 “1980년대 주류음악 신 최상의 작품 생산 콤비”라고 하였다. 그는 왜 ‘신’이란 관형사를 붙였을까에 대한 의문을 갖고 이영훈의 작품내용을 분석한 결과 사랑과 이별에 대한 내면의 심상을 시간적 흐름에 맞추어 표현함으로써 멈춤이 아닌 지속성을 유추할 수 있었고, 이를 살아 움직이는 생명의 유동적 풍격미로 정의하였다. 무엇보다 이영훈의 시를 이문세가 80년대 이전의 트로트와는 달리 지성, 이성, 감성이 혼융된 ‘발라드풍’으로 노래함으로써 ‘발라드의 원조’로 평가 받게 되면서 ‘신’이란 단어가 붙여 진 듯하다. In the mid-1980s, a songwriter, Lee Young-hoon, and singer, Lee Moon-sae was called as a pioneer of pop ballads. Even though ir is very difficult for a singer to always perform in a new way, Lee Moon- sae gave new performance all the time. This may have been possible due to Lee Young-hoon who beautifully wrote songs for Lee Moon-sae, and therefore, this article aimed to study the aesthetic sense of Lee Young-hoon. The article analyzed the life of Lee Young-hoon and his 4 representative songs, and apply an aesthetic category of flow among Twenty-four Poems made by Sagongdo in the Chinese Tang Dynasty. A pop music critic, Park Joon-heum referred Lee Young-hoon and Lee Moon-sae as “a duo to produce the best songs, a god of mainstream music in the 1980s.” To answer a question why he called them a ‘god’, Lee Young-hoon’s songs were closely analyzed. As a result, it can be inferred that the songs symbolize continuity of the narrator s mind, by expressing intrinsic images of love and style of the vigorous movement of life. Above all, unlike Korean trot prior to the 1980s, Lee Moon-sae sung Lee Young-hoon’s lyrics in ‘a ballad style’ that combined intelligence and rationality with sensitivity, giving him a title, ‘a pioneer of ballad’. This may have named them as a ‘god’.

      • KCI등재

        김문집 비평 연구-『비평문학을 중심으로』-

        우문영 ( Moon Young Woo ) 청람어문교육학회(구 청람어문학회) 2016 청람어문교육 Vol.57 No.-

        탐미주의 비평의 장을 열었다고 하는 김문집의 비평의 공과 과는 고스란히 그가 쓴 『비평문학』에 녹아들어 있다고 할 수 있다. 지금까지는 김문집에 대한 연구가 영향론적 방법이나 최재서와의 대립관계, 1930년대 문학 비평 속에서의 김문집의 위치를 평가하는 연구가 주를 이루었다. 본고는 그의 비평이론과 사상이 담겨 있는 『비평문학』 분석과 해석을 토대로 하여 그의 한계를 다루었다. 그의 비평의 한계는 주장이 논리적으로 모순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자지 자신의 실제 비평의 모습과 이론이 거리가 멀었던 점, 비평에 대해 일정한 기준이 없었다는 점, 지나치게 일본문단에 의존하여 근거 없이 조선문단을 폄하한 점 등이다. 비평의 한계의 원인으로는 장기간 일본생활로 인한 일본 사대주의를 넘은 친일 성향과 그로 인한 존선문화와 조선어 능력 부족, 깊이 없는 학문에 의한 유행에 기댄 논리, 불우한 생활에서 기인한 성격적 결함을 들 수 있다. Most of studies about Kim moon-jib were influences on the criticism methods, an oppositional relationship with Choi Jae-seo, or his prestige in the literary criticism circle in 1930`s. But this study focused on weak points of his ideals and criticism theories by analyzing his book. Criticism analyzes the literary works and shows the way literary works need to go without objects. Many critics use the former, but the later is also important function of criticism. Kim moon-jib emphasized and proved the later important. But his theories are not logical, has not a fixed standard of criticism, and are different with real critiques. Also he depended on Japanese literary and detracted much from Korean literary.

      • KCI등재후보

        만성 신부전을 동반한 Laurence Moon-Bardet Biedl 증후군 1례

        박래경,이동환,문철,김은미,Park Lae Kyong,Lee Dong Hwan,Moon Chul,Kim Eun Mi 대한소아신장학회 1998 Childhood kidney diseases Vol.2 No.2

        The Laurence Moon-Bardet Biedl syndrome is characterized by obesity, mental retardation, visual impairment with retinitis pigmentosa, polydactyly, hypogonadism and renal manifestations. We experienced an 11 years old female with Laurence Moon-Baret Biedl syndrome associated chronic renal failure. She was diagnosed to have LMB syndrom according to the clinical manifestations of polydactyly on hands and feet, mental retardation, obesity, retinitis pigmentosa and chronic renal failure. She is on maintenance hemodialysis now.

      • KCI등재

        1960∼1970년대 유사역사학의 식민사학 프레임 창조와 그 확산

        이문영 ( Lee Moon Young ) 역사문제연구소 2018 역사문제연구 Vol.22 No.1

        Pseudohistory in Korea originated in the colonial era. Turanism was an ideology introduced into Korea in the era. Influenced by it, Choy Dong published _The Ancient history of Korean Peoples(조선상고민족사)_ in 1966. It is common practice to stimulate a nationalism by capitalizing on a mythology in the initial stage of a modern nation. Turanism was an ideology manipulated for nationalism as well. Turanism was propagated to colonial Joseon by Japanese army colonel Kaneko Teiichi. Turanism was an ideological base of the ‘Pan-Asiatic Society’. During the colonial era, Joseon was subordinate to Japan, the main agent. The perspective shifted when Korea had been liberated; Japan is located in the position being subordinate to the main agent Korea. Choy was in a pro-Japanese group. Moon Jeong-chang, also in the group, was greatly influenced by Choy. Moon criticized that Korean historical academia imitate the approach that Japanese historians of Japanese Empire had formulated. The criticism was chiefly concentrated on Lee Byung-do, most famous historian at the period. The content of it was predominantly inaccurate and construed maliciously. An Ho-sang, served as the first minister of education of Korea, was one of the public figures influenced by Moon. An and Moon organized ‘Finding National History Counsil(국사찾기협의회)’ and utilized a monthly journal _Ja-yu_ as an organ. They persistently had capitalized _Ja-yu_ on criticizing that Korean historians are deferring to the historiography of colonialism, a Japanese imperial view of the history. In 1974, ‘the national history textbook(국정 국사 교과서)’ was published. Pseudohistorians reprehended it intensely. They assumed that they could indoctrinate general citizens if ‘the national history textbook’ is stated in their opinion. Their opinion corresponded with a nationalistic president Park Chung-hee regime. Some of the books published from ROK army headquarters had included a pseudohistorical view as well. In consequence of continuous activities of pseudohistorians, general citizens have a misapprehension of them having succeeded a national history of the colonial era. Korean historians have to eliminate this misapprehension. Breaking a ‘Korean historical academia= historiography of colonialism’ formula, a frame invented by pseudohistorians, would be its first step.

      • KCI등재후보

        Modified Nance appliance를 이용한 매복치의 교정치료

        문철현(Cheol-Hyun Moon),이동근(Dong-Gun Lee) 대한치과의사협회 2007 대한치과의사협회지 Vol.45 No.4

        저자들은 modified Nance appliance를 이용하여 환자의 협조에 의존하지 않고 매복된 치아의 교정적인 맹출을 시행하여 양호한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 특히 Moon’s appliance를 이용하여 동일 악궁 내에서 약하고 정교한 지속적인 힘을 적용 할 수 있었으며, 힘의 방향을 바꾸기 위한 과정에서 장치 전체를 철거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 할 수 있었다. Traction of impacted tooth often requires patient compliance to place elastics to surgically exposed impacted tooth. It can be very difficult and time-consuming. The aim of this article was to describe an impacted tooth tractor, Moon s appliance, which was modified from the Nance holding arch appliance. Moon s appliance eliminates patient compliance and generates a light continuous force. We achieved the desired treatment results for impacted tooth using this appliance. This new fixed appliance can be a reasonable alternative to conventional appliances.

      • KCI등재

        조선후기백양사(朝鮮後期白羊寺)의 승역(僧役)에 대한 고찰

        김문경 ( Moon Kyung ) 한국불교선리연구원 2007 禪文化硏究 Vol.2 No.-

        백양사(白羊寺)는 백제 무왕 33년(632) 신라의 이승여환선사(異僧如幻禪師)에 의해 창건되었다. 고려말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백양사는 고승대덕(高僧大德)을 배출하였고, 이를 기반으로 한국 불교 선종의 맥을 유지 계승 발전시켜 왔기에, 백양사는 불교역사문화적으로 중요한 위상(位相)을 차지하고 있다. 14세기 각진국사(覺眞國師) 승려 청수(淸蒐)의 중창 노력과 여말선초 4차에 걸친 전장법회를 통해 백양사의 사세(寺勢)는 보다 융성해졌다. 조선 초 백양사의 寺格은 『백암사전장수(白巖傳帳受)』를 통해서도 알 수 있다. 첫째, 당시 백양사에는 사원보(寺院寶)가 운영되고 있었으며, 특히 기일보(忌日寶)가 대부분을 차지하였다. 고려시대 사원보는 일종의 식리기구(殖利機構)로서, 사찰의 주요한 재정 기구로 활용되었다. 이는 여말선초 백양사의 경제활동 양상의 일면을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 둘째, 당시 백양사의 가람규모를 알 수 있다. 백양 사의 가람규모는 11세기 중연선사(中延禪師)에 의해 중창되었을 때가 85칸 규모였으며, 태조 2년(1393) 때는 76칸 이상이었다. 이와 같은 백양사의 사세(寺勢)는 조선시대 불교정책과 함께 浮沈을 거듭하다가, 1930년대의 백양사는 110칸 규모의 호남대찰(湖南大刹)로 자리매김하였다. 조선왕조 정부에서는 승려를 유휴노동력(遊休勞動力)으로 인식하여, 그들에게 다양한 종류의 役을 부과하였다. 조선 중 후기 백양사에는 철종 7년(1856)부터 고종 24년 (1887)까지 10여 차례에 걸쳐 완문(完文)과 절목(節目)등이 발급되어 승역(僧役)의 감역(減役)및 면역(免役) 조치가 내려졌다. 이들 자료를 보면, 백양사가 부담했던 승역(僧役)의 실상(實狀)을 파악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어떠한 명분으로 승역감면(僧役減免)의 조치가 내려졌는가를 알 수 있는데, 본고에서는 철종 11년(1860)에 발급된 완문(完文)을 중심으로 승역(僧役)의 부담과 승역감면(僧役減免)의 배경 및 추이에 대해 살펴보았다. 우선, 당시 백양사가 부담했던 승역(僧役)의 내용을 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백양사는 봉산원당(封山願堂)으로 지정되어 사산(四山)에 금표(禁標)가 세워져 승역(僧役)과 잡공(雜貢)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었다. 인근 입암산성의 주둔군들이 백양사를 자주 침탈해오자, 완문(完文)에 사산(四山)의 경계를 명시함으로써, 침탈 금지 조처를 내렸다. 둘째, 3개의 사하촌(寺下村)에서 백양사를 지원해 주었다. 이들 삼동민(三洞民)은 백양사를 수호하고 경제적 지원을 하였으므로, 이들에 대해 침탈 금지 조치를 내려주었다. 셋째, 백양사에서 부담하였던 잡공(雜貢)의 실상에 대해 알 수 있다. 백양사는 각 영읍(營邑)의 교졸(校卒)과 무뢰배 서원(書院) 반상(班常) 대둔사(大芚寺) 입암산성수직군(笠巖山城守直軍)등으로부터 침탈의 폐해를 겪고 있었다. 그리고 官用物品으로 비자나무 괴화(槐花) 송화(松花)그리고 복분자(覆盆子)를 정기적으로 例納하였다. 가혹한 수탈이라 볼 수도 있는 백양사의 이러한 승역 부담은 여타 사찰의 사례와 비교해 볼 때 그다지 무거운 편이 아니었다. 그렇다면 백양사는 어떠한 명분으로 승역(僧役)의 감역(減役)및 면역(免役)의 혜택을 받을 수 있었을까. 조선후기 전국의 명산대찰(名山大刹)에 왕실원당(王室願堂)이 설립되었던 경향에 편승하여, 조선 중 후기 백양사는 왕실원당으로 지정받아 19세기 말까지도 승역감면(僧役減免)의 특혜를 누릴 수 있었다. 즉 문정왕후(1501∼1565)의 명으로 백양사에서 국혼제(國魂祭)가 설행되고, 왕실과 긴밀한 유대관계 속에서 왕실의 후원을 받음으로써 왕실원당에 버금가는 사세(寺勢)를 누릴 수 있었다. 그리고 인헌왕후(1578∼1626)와의 관련성도 승역감면(僧役減免)의 명분으로 긴요하게 작용하였다. 인헌왕후는 양란으로 피폐해진 백양사의 중창 불사에 참여하여 운문암(雲門庵)에 후불정(後佛幀)과 불상(佛像)조성에 있어 대시주자로 동참하였다. 뿐만 아니라 인헌왕후의 영정(影幀)을 백양사에 봉안하였다. 이후 19세기 말에 이르러 백양사는 흥선대원군(1820∼1898)의 봉산원당(封山願堂)으로 지정됨에 따라, 사산(四山)에 금표(禁標)를 세워 경계를 명확히 하고 침탈 금지 조치를 받게 되었다. 그 외에도 백양사에서는 국가 주도의 국기제(國祈祭)가 설행됨에 따라 이를 통해 감역(減役)및 면역(免役)의 혜택을 누릴 수 있었다. Baekyangsa(白羊寺) was established by Saint Yeohwn(如幻禪師) in 632. This temple produced many priestes of virtue from late Koryo dynasty to the present age. Because the Most Reverend Priest Kgkjin(覺眞國師) and monk Chungsu(淸蒐) remodeled Baekyangsa in 14th century, this temple was in full flourish. Baekyangsa Museum has Baekamsa-Jeon-Jang-Su(白巖寺傳帳受) and we can grasp a phases of Baekyangsa in early Chosun dynasty through this book. It is as follows. First, Baekyangsa operated a Temple-treasure(寺院寶). Second, a scale of this temple was over 76 kans. Monk`s labor of Baekyangsa was fallen off or discharged in late Chosun Dynasty. The reason is as follows. This temple was appointed a prayer house for a Royal family(王室願堂) in late Chosun Dynasty. So this temple was benefited in the reduction and exemption about monk`s labor. For example, the queen of Moon-Jung(文定王后) performed a religious service in this temple. A religious service was called as Kuk-Hon-Jea(國魂祭). The queen of In-Heon(仁憲王后) supported this temple, so Won-Moon-Am(雲門庵) established, a Buddhist painting and an image of Buddha ware made. Moreover, this temple had the portrait of the queen. Therefore Baekyangsa was protected by Chosun government.

      • SCOPUSKCI등재

        THERRESTRIAL IMPACT CRATERING CHRONOLOGY: A PRELIMINARY ANALYSIS

        Moon, Hong-Kyu,Mi, Byung-Hee,Fletcher, Andre-B.,Kim, Bong-Gyu 한국우주과학회 2001 Journal of Astronomy and Space Sciences Vol.18 No.3

        We have recently compiled a database of the properties of 192 impact craters, which supercedes previous compilations. Using our database, the impact structures found in North America, Europe and Australia have been examined; these cratonic areas have been relatively stable for considerably long geological periods, and thus have been best preserved. It is confirmed that there is a close correlation between the geological epoch boundaries, the epochs of mass extinctions, antral the "timing" of impacts. In addition, the terrestrial cumulative flux of objects >20km is found to be $1.77{\times}10^{-15}km^{-2}yr^{-1}$, over the last 120 Myr, which is much smaller than the published values in McEwen et al. (1997) and Shoemaker (1998) ($5.6{\pm}2.8{\times}10^{-15}km^{-2}yr^{-1}$. For terrestrial impact structures with D> 50 km, the apparent cumulative flux over the last 2450 Myr is ~50 times smaller than the corresponding value for the Moon. If we assume that the Earth and the Moon suffered the same level of bombardment over this time, this would mean that the actual flux of impacting bodies, capable of making craters with D)50 km, was ~ 50 times larger than the apparent flux estimated from the currently known terrestrial records.

      • KCI등재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창시자 작사 성가에 관한 연구

        문선영 ( Sun-young Moon ) 한국신종교학회 2016 신종교연구 Vol.35 No.35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은 기독교계 신종교이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신앙은 기독교에 기반을 두고 있으나 기독교와 구별된 독자적인 성향을 보이고 있다. 예를 들면 성서 해석과 기도 마무리의 방식 등에서 전통적인 기독교와 차이가 있다. 그러나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은 예배 시간에 한국 기독교의 찬송가를 수용하여 부르기도 한다. 그렇다고 하여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종교적 노래가 없는 것은 아니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에는 성가라고 칭하는 종교적 노래들이 있으며, 그 중 일부는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창시자 문선명에 의하여 작사되었다. 본 논문은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신앙을 다각적인 차원에서 이해하기 위하여 많은 연구가 진행되지 않은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창시자가 작사한 성가를 살피고자 한다. 창시자가 작사한 성가는 그가 겪은 종교적 수난이 주로 작사 배경이 되고 있으며, 창시자의 고백적 신앙의 내용이 대체적으로 담겨 있다. 즉 그가 유일신으로부터 받은 종교적 사명을 성취하기 위한 그의 소명 의식과 의지가 드러나고 있다. 이러한 소명 의식과 의지는 궁극적으로 그가 지상에 실현하려는 종교적 이상세계에 대한 염원을 담고 있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신앙의 정체성은 곧 창시자의 신앙의 정체성과 동일시 될 수 있다. 따라서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창시자 작사 성가에 나타난 종교적 이상세계 추구와 실현이라는 창시자의 신앙의 정체성은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의 신앙의 정체성이라고 이해될 수 있다. 창시자가 작사한 성가에 묘사된 종교적 이상세계는 부모로서의 인격적 유일신과 자녀로서의 인간이라는 관계성 인식을 기반으로 인류 한 가족의 이상세계 원형을 그리운 부모가 있는 본향(本鄕)이라는 개념으로 제시되고 있다는 점이 특징이기도 하다.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is a new Christian religion. The faith of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is based on Christianity, but it displays independent characteristics distinguishing it from existing Christianity. For instance, its interpretation of the Bible and its way of ending prayer differ from those of traditional Christianity. However,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has adopted and sings hymns from Korean Christianity during worship. This does not mean that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does not have religious songs of its own.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has religious songs that are called holy songs, and some of their lyrics have been written by the founder Sun Myung Moon. This article attempts to examine the holy songs whose lyrics have been written by the founder in order to promote understanding, in various dimensions, of the faith of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since much research has yet to be carried out on this subject. The holy songs whose lyrics were written by the founder deal with the religious suffering he experienced and usually contain the content of his confessional faith. In other words, they reveal his consciousness of his calling and his will to fulfill the religious mission he received from the one God. Such consciousness of his calling and his will ultimately contain his hope for the ideal world which he attempts to realize on this earth. The identity of the faith of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can be considered identical to the identity of the faith of the founder. Therefore, the identity of the faith of the founder, which is the pursuit and realization of the ideal world appearing in the holy songs written by the founder, can be understood as the identity of the faith of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The ideal world described in the holy songs written by the founder characteristically provides, as the concept of the original homeland where one`s longed-for parents are, the original form of the ideal world as one family of humankind based on the relational perception of human beings as the children and the one personal God as the parent.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