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자폐범주성장애 유아의 반응 유형 탐색 : 로봇 장난감과의 상호작용에서 이루어지는 자극을 중심으로

          김건희,이효신,장수정,배민정,구현진 대구대학교 특수교육재활과학연구소 2011 특수교육재활과학연구 Vol.50 No.1

          본 연구는 자폐범주성장애 유아들이 시각, 청각, 촉각에서 다양한 자극을 제공하는 로봇 장난감과의 상호작용에서 어떤 반응을 보이는지를 연구한 것이다. 본 연구의 연구대상은 A장애전담 어린이집에 있는 남자 자폐범주성장애 유아 3명이며, 연구 방법은 질적 연구 방법을 사용하였다. 연구 결과 로봇 장난감에서 주어지는 자극에 상당히 적극적으로 반응하였으며, 이들이 보인 행동 유형들을 탐색형과 표현형으로 나눌 수 있었다. 이러한 연구 결과가 시사하는 바는 주어지는 자극의 특성이나 교육 자료의 특성에 따라 자폐범주성장애 유아들도 적극적인 다양한 형태의 반응을 나타낼 수 있다는 것이다. This study explores the responses of children labeled with autism to five kinds of stimuli--including visual, auditory and tactile stimuli--involved in their playing with electronic toys. The participants were three male children labeled with autism in a preschool for children with disabilities. The method was qualitative; over 16 sessions, three people recorded their observations of children labeled with autism responding to the stimuli. The observation notes were analyzed and organized into themes. The results of this study indicate that children labeled with autism behave as positive participants, explorers, requesters and expressers (that is, they expressed themselves very well on which stimuli they liked and wanted) This indicates that children labeled with autism can be active learners in activities when given appropriate stimuli or materials.

        • SCOPUSKCI등재
        • A Study on the Test Methods in Korean Pharmacopoeia(Ⅱ)

          Lee SH,Kang CS,Choi BK,Park SH,Park SA,Choi MS,Kang MH,Hong CH,Choi MH,Lee DM,You SD 大韓藥學會 2000 大韓藥學會 總會 및 學術大會 Vol.2000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SCOPUSKCI등재
        • KCI등재

          미숙분만에 관한 역학적 고찰

          이영호,이봉구,이영혜,장부용,이형열,오병전,정두수 대한산부인과학회 1990 Obstetrics & Gynecology Science Vol.33 No.2

          1986년 1월부터 1988년 6월까지 2년 6개월간 본원 산부인과에서 분만한 총 6275예의 분만중 미숙분만 519예에 대한 통계학적분석을 실시, 여러 위험인자에 대한 빈도를 조사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미숙분만율은 1986년 7.7%, 1987년 7.2%에서 1988년 10.0%로 최근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2. 최근 5년간 borderline preterm delivery는 54.5%를 차지하였으며, moderately preterm delivery는 32.2%, extremely preterm delivery는 13.3%를 차지하였다. 3. 미숙분만 산모의 연령분포는 35세이하 7.8%에 비해 35세이상에서 20.5%로 현저히 높았다. 4. 미숙분만 산모의 분만횟수는 분만횟수 4회이상 산모에서 28.9%로 초산부나 1회 경산부의 7.6%에 비해 현저하게 높았다. 5. 미숙분만 산모의 유산횟수는 유산경험이 없는 경우 6.6%에 비해 3회이상의 경우 17.1%로 현저히 증가되었다. 6. 산모의 교육정도와 미숙분만과 관련성은 교육기간이 길수록 적게 나타났다. 7. 미숙분만율과 최초 산전진찰시기와는 연관 관계가 없었다. 8. 분만과거력에 있어서는 과거 미숙분만 및 만기 유산력이 있는 경우 전체분만에 비해 8.2배의 높은 율을 보였으며, 과거 사산 및 주산기 영아 신생아 사망 예에서 1.9배로 높았으나, 제왕절개 수술력은 관련이 없었다. 9. 조산의 발생과 직접적 연관이 있는 원인으로는 다태임신, 선천성 태아기형, 전치태반, 태반조기박리, 자궁내 태아사망, 이상태위, 자궁경관내구무력증, 자궁기형, 양수조기파수 등이 있으며, 임신자간증 및 중증 자간전증의 경우는 의인성으로 조산을 시킨 경우도 있었으나 상당수 연관이 있었다. 10. 산모의 전신질환에는 결핵, 만성고혈압 등이 연관이 있고 심장질환, 신장질환 등에서는 별로 연관니 없었다. 11. 저 Apgar score(6) 신생아 발생율은 extremely preterm newborn에서 1분 71.2%, 5분 65.4%를 보였다. Although neonatal intensive care of the preterm newborn has improved the chances of healthy survival of infants, prematurity is still the major cause of neonatal mortality and morbidity. In order to investigate the various risk factors of preterm birth and contribute to prevention of preterm birth hereafter, we performed statistical analysis on 519 cases of preterm birth delivered at Department of Obstetrics and Gynecology, Presbyterian Medical Center from January 1986 to June 1988 per 6275 total delivery cases. The result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1. The incidence rate of preterm births was 7.7 % on 1986 and 7.2 % on 1987, and 10.0 % on 1988, increasing trends recently. 2. The rate of borderline preterm birth was 54.5 % and moderately preterm birth was 32.2 %, and extremely preterm birth was 13.3 % during 5 years, recently. 3. The rate of preterm birth to total birth by maternal age was 7.8 % in maternal age of under 35 years and 20.5 % in maternal age of over 35 years. 4. Number of preterm birth was increased as number of parity, and preterm birth rate to total birth by parity was 7.6 % in para 0.1, and 28.9 % in para above 4. 5. Number of preterm birth was increased as number of abortion, and preterm birth rate to total birth by abortion number was 6.6 % in no abortion group and 17.1 % in experienced abortion over 3 times. 6. Number of preterm birth was lesser in more 13 years education periods group than under 9 years education periods group. 7. There was no significant relationship of the preterm birth incidence rate and first antenatal care time. 8. As compared with previous obstetric history, preterm birth was 8.2 times more in cases with previous preterm birth and late abortion and 1.9 times more in cases with past still birth and postnatal death, but not related to past cesarean section. 9. Obstetric risk factors related to preterm birth was multiple pregnancy, congenital malformation, placenta previa, abruptio placenta, IUFD, abnormal presentation and IIOC, uterine anomaly, PROM and preeclampsia severe form and eclampsia. 10. High risk maternal disease was tuberculosis and chronic hypertension, but heart disease and renal discase was not related. 11. Incidence of low Apgar score($lt;6)rate was 71.2% at 1 minute and 65.4% at 5 minute on extremely preterm newborn.

        • KCI등재

          난소 Krukenberg종양 30 예의 임상통계적 관찰

          현병규(BK Hyun),이충훈(CH Lee),이종건(CK Lee),김수평(SP Kim),이헌영(HY Lee) 대한산부인과학회 1986 Obstetrics & Gynecology Science Vol.29 No.3

          1. 발생빈도는 악성 종양증 11.3%이었으나 연령분포에 따른 발생빈도는 30~49세이었다. 2. 임상적 주소는 종괴촉지, 하복부 팽만감, 소화불량, 복통 및 복수월경이상 순위였다. 3. 임상증상 출현후 Krukenberg 종양 확진시까지의 평균시간은 6.5개월이었다. 34. 일반 외과적 개복수술시 확진된 예가 40%(12예)이었다. 5. 병변이 양측성인 경우가 18예(60%)였으며 일측성이 9예(30%)였다. 6. 원발부위는 위, 대장 순위였으며 위 병소가 76%(23)를 차지했다. 7. 원발병소 확진후 Krukenberg 종양으로 진단내릴때까지의 기간은 13.6개월이었다. 8. 원발성 Krukenberg 종양은 6.6%(2예)이었다. 9. 17예에서 chemotherapy를 시행했으며 regimen은 CCNU, 5-FU, adriamycin, mitomycin 등이었으며 이중 radiation therapy는 1예에서 있었다. 그후 가능했던 추적검사 2예에서 15개월 이상의 생존율을 보였다. A high incidence of stomach carcinoma revealed in Korea led to the general impression that there are large number of Krukenberg tumors. We have observed 30 cases of Krukenberg tumor among 958 cases of ovarian tumor who were admitted, operated and diagnosed at Department of Obstetrics and Gynecology, Catholic Medical Hospital from January, 1975 to June, 1985. The following results were obtained: 1. The incidence of Krukenberg tumor was 3.1% and 11.3% respectively among ovarian tumors(958 cases) and malignant ovarian tumors(265 cases). 2. The highest incidence was shown in the group of 30~49 year of age. 3. Clinical symptoms and signs were palpable abdominal mass, abdominal pain and distension, ascites, menstual irregularity and other gastrointestinal symptoms in order. 4. Mean duration from appearance of clinical symptoms and signs until confirmation of Krukenberg tumor was 6.5 months. 5. Krukenberg tumor was confirmed in 12 cases(40%) by surgical exploratory laparotomy in General Surgery Department. 6. Bilateral involvements were shown in 18 patients(60%) and unilateral confinements were shown in 9 patients(30%). 7. Primary site of carcinoma was found as stomach in 23 cases and colon in 2 cases. 8. Mean duration from confirmation of primary site until confirmation of Krukenberg tumor was 13.6 months. 9. Primary Krukenberg tumor was found in 2 cases(6.6%). 10. Chemotherapy was performed in 17 cases and regimens were CCNU, 5-Fu, Adriamycin and Mitomycin. Among these, radiotherapy was done in 1 case. 11. Survival rate of more than 15 months was shown in 2 cases in which follow-up was possible.

        • KCI등재

          자궁경부 질환의 세포학적 및 병리 조직학적 비교연구

          이봉구(BK Lee),최인준(IJ Choi),이유복(YB Lee),김동식(DS Kim) 대한산부인과학회 1975 Obstetrics & Gynecology Science Vol.18 No.7

          자궁경부 및 질도말표본과 자궁경부생검을 병행한 총 88례를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총 88례의 질환별 분포는 만성자궁경부염 34예, 경도, 중증도 및 고도의 상피이상증식증 각각 3예가 있었으며 상피내암 22례 및 침습암 33예가 있었고 침습암중 2례는 현미경적 침 습암이었다. 2. 상피이상증식증의 도말표본 특징은 비정상세포들이 거의 모두가 다각형이며 유리된 배열 소견을 볼수 있었고, 심한 염증 및 출혈의 배경소견은 많지 않았다. 3. 상피내암의 도말표본 특징은 비정상 세포들은 대부분 원형내지 타원형이었으며 유리된 배열이 많이 나타났으나 다수의 유합배열도 관찰되엇고 핵은 비정상세포의 67%가 균일한 굵은 과립상의 염색질 소견을 보였다. 4. 침습암의 도말표본 특징은 비정상세포들의 모양이 원형내지 타원형이 가장 많이 나타나 나 불규칙한 모양의 세포도 자주 볼수 있었고 유리 및 융합된 세포 배열을 관찰하였으며 심 한 염증 및 출혈소견을 지닌 배경이 많았다. 5. 상피내임을 소형 및 대형 세포암, 침습암을 비각화대형세포암, 각화세포암 및 소형세포암 으로 분류 검색한 결과 소형 및 대형 상피내암은 각각 2례, 및 20례가 잇었으며 비각화대형 및 각화세포침습암은 각각 71례 및 6례가 있었고 세포학적 검사로 15례 및 2례에서 검색이 가능하였다. 6. 세포학적 진단 및 조직학적 진단과의 일치율은 중등도 및 고도의 상피이상증식증 각 3례 (100%) 상피내암 22례중 21예(95%) 침습암 23례중 현미경학적 침습암 2례와 불량한 도말표 본 1례를 제외하면 20례(100%)이었으며 총체적으로는 51례중 47례로서 92%의 일치율을 보 였다. 이상의 결과를 종합분석하면 세포병리학적검사로 자궁경부병변 즉 상피이상증식증, 상피내 암 및 침습암 등을 진단하는데에도 정확율이 높으며 자궁경부암의 예후와 밀접한 관련이 있 다고 알려진 유형까지도 구별이 가능함으로 자궁경부암의 예방 조기진단 및 치료에 큰 도움 이 될 것으로 사료된다. 1. The cervical lesions of 88 cases consisted of 34 cases of chronic cervicitis, 9 cases of epithelial dysplasia 22 cases of carcinoma in situ and 23 cases of invasive carcinoma including 2 cases of microinvasion. 2. The characteistic of the smear in epithelial dysplasia were polyhedarl in shape, isolated in arrangement and uniformly finely granular in chromatin pattern (96%) without nucleoli. 3. The characteristics of the smear of carcinoma in situ were abnormal cells with round ot oval in shape and either isolated or syncytial in all arrangements . The abnormal cells of the smear had the nuclei with uniformly coarse chromatin in 67 percent of cells. 4. The characteristics of the invasive carcinoma in smear were round oval in shape, equal degrees of either isolated or syncytial in arraggements with frequent inflamatory and bloody background. The 55 percent of abnormal cells showed irreqularly coarse granular chromatine of nuclei with 6% of micronueleoli and 14 % of marconucleioli. 5. The 22 cases of carcinoma in situ consisted of 2 cases of small cell type and 20 cases of large cell type. The cytologic diagnosis was correct in 15 cases out of 17 cases of non-keratinizing large cell type and 2 cases out of 6 cases of keratinizing cell type. 6. The ratio of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cytologic and histopathologic diagnoses was 100% in moderate to severe degree of dysplasia, 95% in caricinoma in situ, 100% in invasive carcinoma and 92% in total cases.

        • KCI등재

          임신에 합병된 재생불량성 빈혈의 1례

          이상윤(SY Lee),김배근(BK Kim),이승철(SC Lee),한승혜(SH Han) 대한산부인과학회 1971 Obstetrics & Gynecology Science Vol.14 No.8

          임신에 합병된 재생불량성 빈혈의 1례를 경험하였기에 보고하는 바이다. The case report concerns a case of complete bone marrow aplasia of unknown etiology affecting a women in the 20wks. of pregnancy. Induced labor at 27wks., with the aid of whole blood transfusion, resulted in a premature delivery. The literatures have been reviewed on this subject.

        • KCI등재

          자궁내막선암의 임상병리학적 고찰

          이영호(HY Lee),나창수(CS Nah),이봉구(BK Lee) 대한산부인과학회 1988 Obstetrics & Gynecology Science Vol.31 No.6

          1970년 1월부터 1985년 12월까지 만 16년간 자궁내막선암 환자에 대한 임상경험을 조사한 결과 아래와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자궁내막선암의 발생 빈도는 전 부인암 중 1.5%를 차지하였고, 자궁경부암에 대한 비율 은 1:55이엇다. 2. 환자의 평균 연령은 55세이었고, 연령분포는 50-59세 군이 41.4%로 가장 많은 빈도를 보 였다. 3. 월경력과의 관계는 폐경기 이후가 72.4%로 가장 많았고, 폐경기가 17.3%폐경기전이 10.3%순이었다. 4. 해산 경력과의 관계는 5회 이상 경산부가 27.6%로 가장 많았고, 미경산율은 17.2%이었다. 5. 내과적 또는 산부인과적 합병증으로는 고혈압과 불임증이 21.5%, 비만이 17.2% 자궁근종 과 당뇨가 8.6%순 이었다. 6. 자각 증상은 불규칙한 자궁출혈이 93.1%이었으며, 이중 폐경기 이후 출혈이 75.9%로서 가장 많았고, 대하가 20.7% 하복통 호소가 17.2%순이었다. 7. FIGO의 임상 분류법에 의하면 1기가 58.8%, 제 2기 17.2%, 제 3기 20.6%, 제 4기 3.4%이 었으며 연령과 임상적 stage와의 특별한 연관성은 없었다. 8. 조직학적 진단으로서는 자궁내막선암이 96%, 선극 세포암이 4%이었다. A Clinico-pathological study was made on a series of 28 endometrial cancers experienced at the Department of Obsterics and Gyunecology, Presbyterian Medical Center during the period from January 1, 1970 to December 31, 1985. The results obtained were as follows; 1. The incindence of endometrial cancer of all gynecological malignancies was 1.5% and the ratio of the endometrial cancer to cervical cancer was 1:55. 2. Age distribution of endometrial cancer was concentrated on the age group of 50-59 and average age was 55years. 3. the menstrual status at the time of development of endometrial cancer showed that 21 cases (72.4%) were post menopausal, 5 cases (17.3) were menopausal and 3 cases (10.3%) were premenopausal. 4. The frequency of nulliparity was 17.2% 5. Associated medical and gynecological conditions were as follows ; hypertension and infertility was noticed in 21.5% obesity in 17.2% myoma and diabetes mellitus in 8.6% respectively. 6. As to the presenting symptoms, abnormal bleeding was encountered in 93.1%, commonly postmenopausal in 75.9% nd vaginal discharge and lower abdominal pain were in 20.7% respectively. 7. According to the clinical stage adopted by FIGO classification stage I was found in 58.8% stage 2 in 17.2%, stage 3 in 20.6% stage 4 in 3.4% and clinical stage and age were seemed to be no related. 8. Accordiong to WHO histopathological classfication the percentage of the adenocarcinoma was 96% and adenoacanthoma was 4%.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