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보행 방향 전환 시 입각기 하지 및 체간의 운동형상학적 분석

          오태영,Oh, Tae-Young 대한물리치료학회 2013 대한물리치료학회지 Vol.25 No.2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conduct an analysis of kinematics of lower extremities and trunk in stance phase of walking according to turning direction. Methods: Ten university students (five male, five female) who were in their 20s (mean age was 20.6 years old) participated in this study. Participants did not have participants did not have any problem with skeletal muscular system. We used the "Qualisys motion capture system" for analysis of trunk and lower extremity movement in stance phase of walking according to turning direction. We collected data while subjects walked a distance of 10 m, and at the 6 m line, subjects were required to turn to the left side and the right leg was positioned in stance phase and the left leg was positioned in swing. For data analysis, the SPSS for Windows ver. 20.0 statistics program was used in performance of one way analysis of variance according to turning direction. Results: Significant difference of trunk and lower extremities was observed for turning direction according to walking cycle (p<0.05). Upper trunk movement showed a greater increase at three dimensions than lower trunk, and in heel off phase, pelvic movement showed a greater increase than lower trunk (p<0.05). In 45 degree and 90 degrees of turning direction, all movements of trunk and lower extremities were significantly different among three events of stance phase (p<0.05). Conclusion: We suggest that three-dimensional movement analysis of trunk and lower extremities during turning movement was very important in order to indicate increasing balance or walking ability for people with impaired movement or walking.

        • KCI등재

          배드민턴 동호인들의 참여 특성과 어깨 통증 및 장애 척도의 상관관계 연구

          오태영,하진영,이은지,김슬비,김부영,이해정,Oh, Tae Young,Ha, Jin Young,Lee, En Ji,Kim, Seol Bi,Kim, Bu Young,Lee, Hae Jung 대한물리치료학회 2013 대한물리치료학회지 Vol.25 No.1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correlation between shoulder pain and disability index (SPADI) with participation in badminton and to find the effects of badminton on the shoulder joint. Methods: A questionnaire was answered by 143 people with shoulder pain and disability in badminton clubs located in Busan, Gyeongsangnam-do. Out of the 143 subjects (91 males, 52 females), about half (72 people) were over 40 years old, with 71 people over 50 years old. The questionnaire contained 27 questions involving demographic participation characteristics, playing characteristics, and SPADI. Data analysis was performed using the SPSS statistics program to conduct frequency analysis, cross analysis, the t-test, and one-way analysis of variance. Results: The correlation between badminton career, frequency of play, and SPADI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There was a significant increase in SPADI scores for players over 40 years old. The over 40 year old group with less than 5 years of badminton had a significantly increase in SPADI score. The over 50 year old group showed a significantly lower SPADI score compared with the over 40 group. Conclusion: We suggest that beginner badminton players learn correct posture and badminton skills from professionals, participate regularly, and maintain an appropriate intensity/frequency of badminton.

        • KCI등재

          흉곽출구 증후군의 한의학적 치료에 대한 국내외 연구동향 분석

          오태영(Tae young Oh),오은미(Eun mi Oh),하현주(Hyun Ju Ha),이옥진(Yu chen Lee),오민석(Min seok Oh) 척추신경추나의학회 2018 척추신경추나의학회지 Vol.13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Objectives: The objective of this study was to review the trends of Korean medicine-based treatment for thoracic outlet syndrome(TOS). Methods: Korean and foreign on-line databases(Pubmed, Cochran Library, CNKI, NDSL KISS and OASIS) were researched for articles discussing Korean medicine-based treatment for TOS. Repeated articles, review articles, commentaries, and those not relevant to the topic of study were excluded. Results: The total number of studies selected was 26, which included 18 case reports and 8 randomized controlled trials(RCT). In these studies, acupuncture, pharmacopuncture, acupotomy, and warm acupuncture were used as interventions for TOS.Chuna therapy was found to be the most commonly used combination treatment. Despite the high prevalence of TOS, only 3 case reports of the 26 studies selected in this review were published in Korean academic journals. Conclusions: In this study, we analyzed the trends of traditional Korean medicine-based treatment for TOS. The results showed that Korean medicine-based treatment could be an effective method for treating TOS.

        • KCI등재

          탈식민-냉전 체제 형성기 지정학적 세계 인식과 조선의 정위-표해운의 『조선지정학개관』을 중심으로-

          오태영 ( Tae Young Oh ) 한양대학교 동아시아문화연구소(구 한양대학교 한국학연구소) 2015 동아시아 문화연구 Vol.61 No.-

          1945년 8월 15일 제국 일본의 패전에 의한 식민지 조선의 해방은 조선의 위상에 심대한 변화를 가져온 역사적 사건이었다. 그것은 제국-식민지 체제 내 식민지 지방으로부터 벗어나 탈식민-냉전 체제 형성기 국민(민족)국가 수립으로의 전환을 의미하는 것이고, 이때 지정학적 상상은 세계 체제 및 동아시아 지역 질서 내 조선의 위상을 정립, 강화시키기 위한 학문적 원동력이었다. 표해운의 『조선지정학개관』에는 해방 조선을 분할 통치하고 있던 소련과 미국의 민족성 및 국가 정책, 그리고 그에 기초한 신탁통치제도에 관한 세밀한 고찰이 전개되고 있다. 조선을 거점으로 한 소련과 미국 등 열강 세력의 교착과 갈등, 그들의 지리적 팽창주의에 의한 한반도의 분할과 신탁통치, 나아가 자본주의와 사회주의로 양분된 세계 체제 및 냉전 체제로의 재편 과정에 대한 인식은 모두 지정학적 관점과 방법론을 통해 이루어진 것이었다. 또한, 이는 제국 일본의 패전에 의해 타율적으로 주어진 해방 정국을 이해하고, 조선의 독립을 모색하기 위해 지정학이라는 학문적 관점을 적용해 국제정치사의 측면에서 조선을 둘러싼 동아시아 지역 질서 및 세계 체제에 기민하게 반응한 결과이기도 했다. 한편, 표해운의 『조선지정학개관』의 논의는 탈식민 민족국가로서의 조선의 위상을 재정립하는 데 초점을 두고 있었다. 그는 지정학적 관점에서의 중앙적.병참적.역적 위치의 성격을 모두 구비한 조선의 관계적 위치를 부각시켰고, 관계적 위치로서의 조선은 ‘대륙 정치성’과 ‘해양 정치성’을 갖는다고 밝혔다. 이러한 관계적 위치에 대한 강조는 강대국 사이의 완충독립국가로서의 조선의 지위를 확보하기 것이었다. 아울러 지리적 환경에 의해 민족성이 형성되고, 다시 민족성에 의해 독립국가로서의 조선의 위상을 확보할 수 있다고 했을 때, 그것은 조선을 통합된 균질적 공간으로 위치시켜 상상하게 한다. 자연지리와 인문지리의 조화, 각 지방들의 유기적 통합체로서의 국토에 대한 인식과 감각, 그리고 자연 환경과 민족 심리, 나아가 민족문화를 단선적으로 연결시키는 표해운의 논의는 지리적 민족주의와 문화적 민족주의를 동일시하는 전략적 서술이었다. 이러한 전략적 서술은 민족국가를 상상하게 하는 이데올로기적 효과를 발휘했지만, 해방 직후 다양하고 이질적인 주체들의 조선에 대한 지리적 상상을 단일화시켰다. Liberation on August 15, 1945 was a historic event brought profound changes to the topology of Joseon. Liberation would mean the transition to a establishment of nation-state away from the empire-colonial system in in the formative period of postcolonial-Cold War system. The geopolitical imagination was the driving force for reinforcement topology of Joseon inside the world system and East Asian regional order. Joseonjijeonghakgaekwan by Pyo, Hae-un was discussed ethnicity and national policy, the trusteeship system of the Soviet Union and the United States that was having ivide and rule. This is given to understanding the heteronomously ascribed liberation out of the defeat of the Imperial Japanese, and will apply the academic perspective of geopolitics to seek the independence of Joseon. On the other hand, the discussion of Joseonjijeonghakgaekwan by Pyo, Hae-un was focused on the topological redefining of Joseon as postcolonial nation-state. He had brought emphasize the relational position of Joseon in the geopolitical point of view, it was to secure the status of Joseon as a buffer state. In addition, the ethnicity by the geographical environment is formed, when they can obtain the topology of Joseon as an independent state by the ethnicity, it was conceived as a homogeneous space that integrates location line. His discussion bespoken the harmony of Geography and Human Geography, the awareness and sense of territory as an organic unity of the local was a strategic narrative that identify the geographic nationalism with the cultural nationalism.

        • KCI등재

          일반논문 : 식민지 청년의 이동과 성장의 임계 ―이태준의 『사상의 월야』와 우줘류의 『아시아의 고아』 비교연구

          오태영 ( Tae Young Oh ) 성균관대학교 대동문화연구원 2015 大東文化硏究 Vol.0 No.92

          이 글은 제국-식민지 체제기 식민지인의 자기 구축의 논리와 존재 방식을 구명하기 위해 동아시아 비교문학연구의 관점에서 식민지 조선과 타이완 청년의 이동과 성장의 과정을 서사화하고 있는 이태준의 『사상의 월야』와 우줘류의 『아시아의 고아』를 대상으로 논의를 전개하였다. 두 작품은 모두 식민지 청년의 자기 주조의 드라마로, 이 드라마의 플롯을 추동하는 원동력은 그들의 ‘이동’에 있다. 『사상의 월야』에서 이송빈의 입신출세를 위한 이동은 야만에서 문명으로, 무지에서 계몽으로의 진화의 과정이자, 식민지 조선의 지방에서 경성을 거쳐 제국 일본의 도쿄로 入社하는 과정이었다. 그것은 식민지 조선 청년의 단선적 이동의 양상과 회로를 압축적으로 보여준다. 『아시아의 고아』에서 후타이밍의 일본 유학과 중국 대륙으로의 진출 또한 입신출세의 욕망을 실현하기 위한 것이었다. 하지만 그의 이동은 입신출세의 욕망이라는 환상 속에서 무의식적으로 마주하기를 거부했던 식민지 타이완인으로서의 자기와 대면하게 되는 역설적인 결과를 낳았다. 한편, 『사상의 월야』에서 부채의식과 애정결핍에 휩싸인 ‘식민지 고아 청년’ 이송빈의 욕망의 기제로서 ‘과학’ 이 등장하고, 그러한 과학만이 성공을 약속할 수 있다는 확신 속에 자기를 재구축하는 동력으로 작동한다. 문학을 통한 낭만적 사랑에 휩싸였던 청년은 과학을 통해 이성적인 주체로 자기를 갱신하게 된다. 하지만 문학에서 과학으로의 전환이 그의 성장을 달성 가능하게 하지는 않는다. 식민지 조선인 남성 청년의 성장은 언제나 제한적이거나, 미완의 상태로 남아 있게 마련이었다. 『아시아의 고아』에서 후타이밍은 결여의 상태를 극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욕망하고 있었지만, 그러한 욕망의 좌절 속에서 다시금 결여의 상태에 직면하였다. 그는 입신출세를 위해 일본과 중국으로 이동하였지만 결국 타이완으로 돌아올 수밖에 없었고, 일본인으로서도 중국인 으로서도 새로운 자기를 구축할 수 없었다. 결국 그가 자기 회의와 자기 혐오의 상태에서 광란에 휩싸였던 것은 모두 ‘식민지 타이완 청년’의 성장이 처음부터 불가능한 것이었다는 점을 보여준다. 이처럼 제국-식민지 체제의 새로운 질서와 가치는 식민지 청년들로 하여금 자기 계발과 성장을 통한 새로운 자기 구축이 가능하다는 환상을 증폭시켰지만, 결국 그들의 성장은 미완이나 불가능의 상태로 남게 되었다. 그런 점에서 이들 이동서사=성장소설은 20세기 전반 동아시아 근대의 상징적 형식으로, 식민지적 불안을 증거하고 있다. The purpose of this paper is to examine the logic of self-establishment and existence method of colonized people during the period of empire-colony system. Accordingly, discussion was unfolded for Lee Tae-jun``s The Moonlight Night of Thought and Wu, Zhuo-Liu``s Orphan of Asia narrating the process of mobility and growth of young man of colonized Josen and Taiwan from a perspective of East Asian comparative literature study. The two novels are a drama of self-establishment of colonized young man the driving force of the plot of the dram is their mobility. In The Moonlight Night of Thought, Lee, Song-bin``s mobility for success in life was a process of evolution from barbarism to civilization and from ignorance to enlightenment, as well as a process of entering Tokyo of Japan Empire from rural area of colonized Joseon through Keijo. It compressively shows the aspect and circuit of unilinear mobility of a young man of colonized Joseon. In Orphan of Asia, Hu, Tai-ming``s study abroad in Japan and entering the mainland China was also a mobility of realization the desire of success in life. However, their mobility brought paradoxical result of facing oneself as a Taiwanese of colonized Taiwan that he refused to unconsciously face in his fantasy of the desire of success in life. In The Moonlight Night of Thought, science appears as a mechanism of desire of Lee, Song-bin, ``a young orphan man of colony`` cloaked in sense of debt and lack of affection, and it functions as the driving force of re-establishing himself based on a conviction that only science can promise him his success. The young man who was cloaked in romantic love through literature is renewing himself as a rational being through science. However, transition from literature to science is not making his growth possible. It is inevitable that the growth of a young man in colonized Joseon was always limited or remained incomplete. In Orphan of Asia, Hu, Tai-ming who continuously desired to overcome his state of deficiency ended up once again facing a state of deficiency in the midst of frustration of such desire. Although he migrated to Japan and China to pursue success in life, he had no choice but to return to Taiwan in the end and he was not able to newly establish himself neither as a Japanese nor a Chinese. The fact that he was ultimately cloaked in madness from the state of self-doubt and self-hatred shows that the growth of a Taiwanese young man of colonized Taiwan was impossible to begin with. The new order and value of empire-colony system amplified a fantasy among colonized young man that their new self-establishment would be possible through self-improvement and growth. However, their growth remained incomplete or in an impossible state. In this sense, mobile narratives=bildungsroman are clearly expressing colonial uneasiness in a symbolic form of modernity of the 20th century East Asia.

        • KCI등재

          식민지 말 전시총동원 체제와 조선문학

          오태영(Oh, Tae-Young) 한국현대소설학회 2017 현대소설연구 Vol.0 No.67

          식민지 말 전시총동원 체제 하 식민지 조선인들의 삶의 조건들이 재편되었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식민지 조선’을 관통하고 있었던 체제의 실정성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 전쟁으로 촉발된 비상시는 제국-식민지 체제를 유지 · 존속해왔던 차별적 구조를 철폐하고 내지 일본인과 식민지 조선인이 일체가 되어야 한다는 내선일체의 이념을 통해 아브젝트들로서의 식민지 조선인에게 거부되거나 배제된 상태가 아닌, 포섭되거나 통합된 상태를 요구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 그런가 하면 천황의 적자로서 전쟁에 나가 죽어야 할 책무를 부과 받았을 때, 이 아브젝트들은 기꺼이 그 책무를 받아들여 제국의 식민지인으로서 내쫓긴 자의 위치에 머무는 것이 아닌 신민(=국민)으로서의 권리를 요구할 수 있게 되었다. 이광수는 전시총동원 체제에 적극적으로 협력하는 한편, 이러한 내러티브들을 구축하는 것을 통해 식민지인이라는 차별적 위상을 벗어나고자 하였다. 하지만 이를 제국 일본인의 입장에서 보자면, 제국-식민지 체제가 부여한 특권을 갖는 주체의 자리를 박탈당하는 것뿐만 아니라, 언제든 타자의 위치에 놓일 수 있다는 불안감을 발생시킨다. 일본인과 조선인의 구분이 무화되는 순간 제국과 식민지의 경계는 사라지고, 제국-식민지 체제는 붕괴되고 마는 것이다. 그래서 조선인에게는 오직 전쟁에 나가 죽을 권리만 부여되었다. 이처럼 식민지 문학이 제국-식민지 체제의 질서와 문법을 되비추는 거울로서 기능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20세기 전반 한국문학을 근대문학=민족문학이라는 관점이 아닌 ‘식민지 문학’으로서 바라볼 필요가 있다. The conditions of human life were reorganized by the wartime general mobilization system in the late of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Therefore, it is necessary to look at Korean literature in the first half of the 20th century as ‘colonial literature’ rather than modern literature=national literature. In an emergency triggered by war, the discriminatory structure that has maintained and sustained the empire-colonial regime was abolished. And suggested that the imperial Japanese and colonial Joseon should be unified. Through this, they opened the way to ask for the condition of being captured, not excluded by the colonial Joseons as the abjects. And when they were imposed an obligation to go to war and die, these abjects were willing to accept it. Through this, it became possible to demand the right as a nation instead of staying in the position of the exiled as a colonizer. Lee, Kwang-su actively cooperated with the regime and tried to escape the discriminatory status of the colonial by building up these narratives. However, from the perspective of the imperial Japanese, it is deprived of the authority of the empire-colonial regime. When the distinction between the Japanese and the Joseon is nullified, the boundary between the empire and the colonies disappears and the empire-colonial regime collapses. So the Joseon were given only the right to go to war and die. It is worth noting that colonial literature functions as a mirror reflecting the order and grammar of the empire-colonial regime. Considering this, we can not but consider the positivity of the system that has been through ‘colonial Joseon’.

        • KCI등재

          해방과 청년 이동의 (비)가시화

          오태영(Oh, Tae Young) 동악어문학회 2018 동악어문학 Vol.75 No.-

          해방이라는 사건을 임계점으로 제국-식민지 체제에서 탈식민-냉전 체제로 전환된 남한사회에서 새로운 이념 공간이 창출되고, 그에 조응한 사회 구조의 재편과정 속에서 유동성이 강화되어 새로운 이동의 가능성을 증폭시켰을 때, 청년들은 이동이라는 공간적 실천 행위를 수행하는 것을 통해 주체의 자리를 점유해갔다. 해방과 군정, 단정과 분단으로 연쇄하는 체제 변동 과정 속에서 서로 다른 정치적 지향을 보여준 청년들은 그 자체로 해방 이후 새로운 조선 건설의 주체로서 자기를 정립해가고 있었던 것이다. 그런데 그들의 이동의 과정이 당시 장편소설의 서사 속에서 (비)가시화되었는데, 그것은 서사적 정당성 획득 과정과 결부된다. 즉, 청년들의 이동의 과정이 서사 속에서 가시화되어 내적 완결성을 갖는다면 그것은 그 자체로 어떤 권위를 획득하는 것으로 여겨질 수 있었고, 그와 반대로 서사 속에서 비가시화되어 내적 완결성을 갖지 못한다면 그것은 그 자체로 정당하지 못한 불온한 것으로 여겨질 수 있었다. 당시 장편소설에 서사화된 청년들의 이동의 과정을 살펴보면, 해방에서 단정 수립을 거쳐 분단 체제가 성립되어가는 가운데 우파 민족주의 정치 이념과 남성중심주의적 젠더 위계질서에 따라 청년들의 이동이 (비)가시화되어 서사적 정당성을 획득해가고 있었음을 확인할 수 있다. A new ideological space has been created in the South Korean society, which has been transformed from empire-colonial regime to postcolonial-cold war regime. And in the process of restructuring the social structure that conformed to it, the liquidity was strengthened and the possibility of new movement was increased. At that time, young people occupied the position of the subject through carrying out the spatial practice of movement. The young people who showed different political orientations in the process of regime change were establishing themselves as the subject of the new construction of Joseon after liberation. However, the (non)visualization of the process of youth movements is coupled with the acquisition of narrative legitimacy. In other words, if the process of youth movements is visualized in narrative and has inner completeness, then it can be regarded as acquiring some authority by itself. And, on the contrary, if the process of youth movements is not visualized in the narrative and does not have inner completeness, then it can be regarded as unjustified in itself. The process of youth movements narrated in the novel was as follows, and it is possible to confirm that it has acquired the narrative legitimacy in accordance with the political ideology of nationalism and the hierarchical order of male-centered gender.

        • KCI등재

          탈식민-냉전 체제 형성기 가난 서사와 국가 이데올로기

          오태영(Oh, Tae Young) 동악어문학회 2015 동악어문학 Vol.64 No.-

          탈식민-냉전 체제 형성기 가난 서사는 민족국가를 상상하게 한다. 그것은 국가가 가난하고 척박한 국민의 삶을 개선할 것이라는 환상을 강화시키는 동시에 그러한 환상의 강화 속에서 국민 삶의 개선을 위한 국가 통치 권력의 정당성을 추인하게 한다. 이때 조선인은 국민됨을 자각하는 동시에 개인으로서의 자신의 권리를 국가에 양도하게 되고, 국가는 자신의 통치 권력이 개인들로부터 나왔다는 것을 망각한 채 바로 그 개인들을 관리하기 시작한다. 탈식민-냉전 체제 형성기 한국문학의 가난 서사는 국가를 추인하고 정당화하는 이데올로기적 효과를 발휘했다. 그것은 빈자와 빈곤의 문제를 국가 없는 삶으로 등치시켜, 국가라는 형식에 대한 의문을 괄호 치게 한 혐의가 짙다. 따라서 이제 우리가 물어야 할 것은 국가라는 형식 그 자체에 있다. The narratives of poor is to imagine nation-state in the formative period of Postcolonial-Cold War system. It endorsed the legitimacy of the nation-state sovereignty for improvement in the lives of the people in the illusion that at the same time strengthening to enhance the illusion would improve the lives of the poor and barren people. The Koreans are to realize people in their own right as individuals, while that the transfer of the nation-state, the nation-state will begin to manage the people have forgotten that their own sovereignty came from individuals. The narratives of poor of Korean Literature has exerted ideological effect of ratify and justify the nation-state in the formative period of Postcolonial-Cold War system. It substitute problems of the poor and poverty for life without the country, parenthesized questions about the form of the country. So now we have to ask what is the form of the nation-state itself.

        • KCI등재

          어린잎채소의 생산 및 가공 공정 중 식중독 미생물 분석

          오태영 ( Tae Young Oh ),백승엽 ( Seung Youb Baek ),최정희 ( Jeong Hee Choi ),정문철 ( Moon Cheol Jeong ),구옥경 ( Ok Kyung Koo ),김승민 ( Seung Min Kim ),김현정 ( Hyun Jung Kim ) 한국응용생명화학회 2016 Journal of Applied Biological Chemistry (J. Appl. Vol.59 No.1

          어린잎 채소의 생산 및 가공 공정에서 원료농산물과 토양 및 용수 등 환경 시료를 채취하여 미생물학적 품질을 평가하고 식중독을 유발시킬 수 있는 주요 병원성 미생물을 분석하였다. 생산단계 어린잎 채소와 환경 시료의 일반 세균수는 모두 6.8 log CFU/g 이상 분석되었으며 대장균군은 어린잎 채소와 토양에서 각각 3.2 log CFU/g 및 3.5 log CFU/g 수준으로 오염되어 있었다. 가공공정 단계에서는 일반세균수와 대장균군 모두 세척공정이 진행됨에 따라 최종제품 단계에서는 오염수준이 감소되었다. B. cereus의 경우 생산단계에서는 어린잎 채소와 토양 또는 지지토에서 오염도가 높았으며, 가공공정에서는 원료 대비 최종 제품에서 약 1.4 log CFU/g 정도 감소되었다. 병원성 미생물의 정성분석 결과 생산단계에서는 S. aureus를 제외한 모든 병원성 미생물이 음성이었다. 본 연구에서 분리된 B. cereus를 이용하여 rep-PCR에 의한 유전적 상동성을 분석한 결과 생산단계의 경우 지지토와 시료에서 분리된 균주의 유전적 상동성이 높아 반복적으로 이용되는 지지토에 오염된 균주가 어린잎 채소로 이행되었을 가능성을 보여준 반면 가공공정에서 분리된 균주의 경우 유전적 상동성이 낮아 공정 중 재 오염될 가능성이 낮음을 시사하였다. This study was performed to assess the microbiological quality of Brassica campestris var. narinosa microgreen from harvesting and pr℃essing steps. The samples were analyzed for total viable cell counts (TVC), coliforms, Enterobacteriaceae, Escherichia coli, Salmonella spp., Listeria mon℃ytogenes, Vibrio parahaemolyticus, Bacillus cereus, and Staphyl℃℃cus aureus. The total viable counts of microgreen (whole leaves) and environment samples from harvesting steps were higher than 6.8 log CFU/g and the contamination level of coliforms in the samples were 3.2 log CFU/g and 3.5 log CFU/g of microgreen and soil, respectively. In case of microgreen samples collected from pr℃essing steps, the contamination level of TVC and coliforms were higher in raw materials than samples obtained from later stages of pr℃essing, i.e. washing, drain, and final products. The contamination levels of B. cereus in raw materials and environments decreased approximately 1.4 log CFU/g in final products. S. aureus was detected in soil samples but Salmonella spp., Listeria mon℃ytogenes, Vibrio parahaemolyticus and pathogenic E. coli was not detected. In order to identify the sources of contamination for microgreen, the genetic similarity of B. cereus isolates obtained from harvesting and pr℃essing steps were compared using the repetitive-sequence-based polymerase chain reaction method. B. cereus isolates obtained from harvesting environments and microgreen were clustered with a similarity greater than 95%. In case of B. cereus isolates obtained from microgreen and environmental samples at pr℃essing steps showed low genetic similarity.

        • KCI등재후보

          재일조선인의 역설적 정체성과 사회적 상상

          오태영(Oh, Tae Young) 동악어문학회 2016 동악어문학 Vol.67 No.-

          이 글에서는 김명준 감독의 영화 <우리학교>에 나타난 재일조선인 사회의 구심점으로서 조선학교라는 공간에 주목하면서, 일본 홋카이도 지방의 재일조선인 사회와 그러한 사회 속에서 자신들의 삶을 영위해가고 있는 재일조선인들의 정체성 구축 방식에 대해 논의를 전개하였다. 일본 당국은 재일조선인의 일본사회로의 동화를 위한 교육 정책을 실시한 반면, 재일조선인들은 자신들만의 지위와 위상을 공고히 하기 위해 민족교육을 실천하는 방향으로 교육 정책을 펼쳐나갔다. 동화와 차별의 조건 속에서 재일조선인들은 자신들만의 정체성과 사회를 구축하기 위해 지난한 길을 걸어왔고, 그 핵심에 조선학교가 놓여 있었다. 조선학교는 재일조선인 학생들의 자기 구축의 공간으로 기능한다. 그런데 조선학교의 재일조선인 학생들은 일본사회에서 재일조선인이라는 타자화된 위치를 확인하고 강조하는 방식으로 자신들의 정체성을 구축해가고 있었다. 따라서 조선학교는 타자화된 위치를 긍정하는 전략 속에서 자기를 구축하는 ‘역설적 정체성’ 형성의 공간으로 기능하고 있었던 것이다. 한편, 조선학교는 재일조선인들의 연대와 결속을 강화시켜주는 곳이자 세대론적 연속성을 확인하고 계승하는 공간이기도 하였다. 그리고 재일조선인 사회가 고립된 위치로부터 벗어나 일본사회 속에서 나름의 조화로운 공동체를 지향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것은 ‘대안 사회’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것이기도 하였다. 기존 사회의 가치와 질서를 재생산하는 것이 아닌, 다채롭고 이질적인 사회 구성원들로 하여금 새로운 사회적 상상을 가능하게 하는 곳이 바로 조선학교인 것이다. This article noted space of the Joseon school as the focal point of the community of Korean residents in Japan of film <Our School> by Kim, Myoung Jun. Yet was developed to discuss how to build their own identity of Koreans residents in Japan are going to reflect your life in such a society and a community of Korean residents in Japan of Japan"s Hokkaido region. Japanese authorities conducted a training policy for the assimilation of Korean residents in Japan to the Japanese society. On the other hand, Korean residents in Japan are spread out in the direction of educational policy and national education practice in order to consolidate the position and status of their own. Korean residents in Japan in terms of assimilation and discrimination have walked past a road to build their own identity and community. And at its core it lays the Joseon school. Joseon school serves as a space for self-construction of Korean residential students in Japan. But the students were going to build their identity in a way to identify and highlight position of the others of Korean residents in Japan in Japanese society. So That schools was functioned as a space of “paradoxical identity” to build a positive self-formation in the strategy of the position of the other. Meanwhile, the Joseon School is a place that enhance the solidarity and unity of Korean residents in Japan living in Japan. At the same time there was also a space to make the three ontological continuity and succession. And it was isolated and the orientation of its own harmonious community from a position outside the Korean community in Japan. In that sense, there was also the possibility it will show the “alternative society”. Let the rich, heterogeneous society will have a direct shipbuilding joseon schools where possible a new social imaginatio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