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국학에서 국문학으로의 계승이라는 전통

        배관문 고려대학교 글로벌일본연구원 2011 일본연구 Vol.15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国文学」は「国学」の伝統というものを引き継いで成り立ったのだろうか。そもそも「国学」の伝統とは何を意味するのか。近代的学問の一つとして「国文学」が形成され、それが「国民の学」を担う際に、国文学者は「国学」との連続性をことさら強調した。すなわち、近代以前に既にあった国民的自覚として「国学」を位置づけ、そのような「国学」を継承しているのが「国文学」であると標榜する。ここに「国学」から「国文学」へといった新たな伝統がつくられるのである。ちょうど時期を同じくして、「国学」の完成者として本居宣長の名が浮上し、国定教科書における歴史や国語の教材を通じて、やがて彼は「皇国主義者」の代表として日本の国民的存在となっていく。彼の多くの著作は、とくに戦争中において時局に合わせた形で誤読ないし曲解されたまま受容された。そして戦後を経た今になっては、本居宣長はナショナリズム批判の議論のなかで、とりわけ「日本的なもの」といった思考の原型として批判の的になっている。 本稿は、近代日本において「国文学」が「国学」という伝統を背負って誕生するところに、近代的学問としての宣長「学」の発見もあり、その発見が同時にいわゆる「宣長問題」のような問題設定を可能にした背景であったということを明らかにするものである。まずは近代日本において「国学者」本居宣長が発見されていく過程を確かめた後、「国学」から「国文学」へという伝統をつくった「国文学者」の代表として、芳賀矢一と久松潜一の二人をあげて論じる。芳賀矢一が宣長「学」の発見を契機に、「国学」の「学」としての定位に成功したとすれば、久松潜一は、そのような芳賀を「新国学」と定めることで、「国学」と「国文学」との関係を再定位したといえる。こうして伝統としての「国学」が持ち込まれ、新しく誕生した「国文学」の立地を急速に固めていったのである。

      • KCI등재후보

        간독 중의 ‘真'자와 ‘算'자

        ?文玲(Wu, Wen-ling), 송진영(번역자) 한국목간학회 2016 목간과 문자 Vol.0 No.17

        정리자의 釋讀에 의하면 居延漢簡, 즉, 居延舊簡·居延新簡 및 肩水金關漢簡 중 일부 문서 楬과 문서 모두에 ‘算'이 포함되어 있다. 학자들은 이미 이와 같은 ‘算'자의 의미에 대해 토론해왔으며, 서로 다른 견해를 제시하였다. 첫 번째 견해는 이러한 간문 중의 ‘算' 혹은 ‘算書'를 일종의 簿籍 종류로 보는 것이다. 두 번째 견해는 ‘算'을 일종의 전문적인 문서유형으로 간주하였고, 경제영역의 예산·決算과 관련된다고 여기는 것이다. 세 번째 견해는 ‘算'을 簡書·簿冊으로 여기는 것이다. 네 번째 견해는 ‘算'을 得算·負算의 考課문서로 여기는 것이었다. ‘算'자의 자형에 대한 새로운 비교와 簡文의미에 대한 새로운 판별 분석을 통해 기존 정리자가 해석한 簡文 중 ‘算'자들이 모두 ‘真'자를 오역한 것임을 알았다. ‘真'은 正의 뜻이며 副·邪와 대립한다. 簡文 중의 ‘真'은 문서의 원본·底本을 가리킨다. ‘真'으로 표시된 문서 혹은 簿籍은 ‘真書'이며 또한 문서의 원본이었다. 이것은 오늘날의 원본에 해당한다. 때로는 행정과정 중에 ‘上真書'를 요구할 때가 있었고, 이는 관련 문서의 원본을 올려야 한다는 뜻이다. 때로는 ‘騰真書'가 요구되는 경우도 있었으며, 이는 관련 문서의 원본을 전달하라는 뜻이다. 때로는 ‘下真書'와 같은 관련 문서의 원본을 하달하라고 하기도 하였다. ‘真'과 서로 대립하는 것은 ‘副'이다. 副는 사본·복제본이다. 간독자료를 통해 알 수 있듯이 관련 부서는 문서의 원본이든 사본이든 일정한 기준에 의해 문서들을 분류 보관하였다. 또한 보관하는 동시에 쉽게 문서를 찾을 수 있게 각 문서에 대해 簽牌를 제작하였다. 일반적으로 문서의 원본과 사본은 각자 따로 보관하며, 구분하기 위해 ‘真'과 ‘副'라는 제목을 쓴다. 하지만 원본과 사본이 같이 보관하는 경우도 있었다. 그러므로 진한 간독문서의 유형 중에는 전문적인 ‘算類'문서가 존재하지 않았고, 역시 전문적인 ‘算' 혹은 ‘算書' 종류의 簿籍도 존재하지 않았다. According to the previous interpretations of the experts, the character “suan”(算) appears constantly in some tags of documents and bamboo documents included in bamboo manuscripts of Han Dynasties from Juyan Area. What is the meaning of this character “suan”? It has aroused heated debate and put forward four different views: The First is to think of the term “suan” as a type of accounts or registers; The Second is to treat it as a special type of economic documents relating to budget and final accounts; The Third is to argue that the character “suan” is same as the character “ce”(䇲), which means books or registers; The Fourth is to view it as a kind of performance assessment documents by calculating the amount of gaining and losing “suan”. Based on re-discriminating the character pattern and structure of “suan” and re-explain the meaning of the term “suan” in the sentence, this paper argues that the previous interpretation of the character “suan” is a false interpretation of the character “zhen”(真). The character “zhen”(真) is relative with the character “fu”(副). The “zhen” means original and the “fu” means duplicate. In the contexts of above bamboo manuscripts, the “zhen” and “fu” respectively refer to the original and duplicate of the document. According to the bamboo manuscripts, sometimes the original document is required in the process of administration. In Qin-Han dynasties, the original and copy of the documents at all levels should be classified, filed and labeled. Given the above, there is neither a special “suan” accounts or registers nor a special “suan” economic documents in the types of bamboo documents of Qin-Han dynasties.

      • KCI등재

        「栗谷碑銘」의 찬술과 개찬 논란 검토

        서정문 조선시대사학회 2008 朝鮮時代史學報 Vol.47 No.-

        Sagye(沙溪) Kim Jangsaeng(金長生) who was the best pupil of Yulgok(栗谷) composed a history of Yulgok's life. He intended to succeed and diffuse the political ideas of his master through the records. Especially, Kim thought that it was very important the politic function of a history of the deceased or an epitaph. So he asked Lee Jeongkwi(李廷龜) who was one of an influential group at that time to write Yulgok's life history and Lee Hangbok(李恒福) who was an elder statesman to compile an epitaph. Both people, Kim Jangsaeng and Lee Jeongkwi, belonged to the Seoin(西人). Which means they had the same position politically. However, Lee was not a pupil of Yulgok. So there was reflected their different situation in the life history and the other records of Yulgok written by both. To examine the rocords by both, there was the biggest difference in the description that Yulgok's criticism of Donggo(東皐) Lee Jun-gyeong(李浚慶) and his endeavors to arbitrate between Dongin(東人) and Seoin. Kim had made many efforts to expatiate on the points in comparison with Lee. Because Kim was in position to succeed to Yulgok's political belief as his best pupil, Lee gave practical consideration to the records as a high-ranking official. Baeksa(白沙) Lee Hangbok composed the epitaph of Yulgok based on Kim's records in 1615. But this was responsible for a great controversy in people comprehended Yulgok's pupils. Most of them were in Seoin poltically. The contents of the controversy were very multifarious, but it could be summarized next main topics. Above all, people demanded to express the politic position of Yulgok showed his criticism of Lee Jun-gyeong and Gyemisamchan(癸未三竄) obviously. Secondly, it was discussed that Yulgok had the different a scholastic mantle with Toegye(退溪) Lee Hwang(李滉). Finally, it could be accepted the eulogy of Yulgok in Confucian way only. That is to say, they intended to establish their own politic identity and academic orthodoxy, besides, tried to make clear them in position of Yulgok's disciples through the writing of Yulgok's epitaph. Lee Jeongkwi took the lead on one side in this controversy, the initiative on the other side was in Yulgok's disciples. The organization of Yulgok's disciples. was very various. Namely, there were Yulgok's direct pupils like Kim Jangsaeng, people like Oh Yun-gyeom(吳允謙) learned Woogye(牛溪) Seong Hon(成渾) first and related to Yulgok next, people like Jeong Yeop(鄭曄) learned Yulgok and Woogye both etc. Although its organization was various like that, this controversy never had developed into the disruption, different scholastic mantles or groups within a political party, in themselves. Instead of the disruption, that is very important that there was the collecting process of public opinion through constant compromises and mediation. This could be possible that the controversy was constituted centering around the capital. It was able to gey unified the multiplicity of controversialists based local on openness. Also became a politic characteristic of Seoin, understood softness, centering around Yulgok's disciples. It could be a background that Yulgok's disciples got unification into Seoin without any disruption of scholastic mantle in comparison with Toegye's disciples and Nammyeong(南冥)'s. 율곡 문도의 首長인 사계 金長生은 율곡의 家狀을 찬술하였다. 가장의 찬술을 통해 율곡의 정치의식을 계승하고, 그것을 확산 시키려 하였다. 김장생은 전기자료인 행장이나 비명이 가지는 정치적 기능을 주목하였다. 당시 문장가이자 행정관료로서 정치적 영향력이 높았던 李廷龜에게 행장의 찬술을 부탁하였고, 정치원로인 李恒福에게 비명을 부탁하였다. 김장생과 이정귀는 모두 서인이다. 따라서 정치적 입장을 동일한 사람이었다. 하지만, 김장생은 율곡에게 직접 수학한 제자였으나, 이정귀는 율곡과 학문적 연결이 없었다. 당연히 그들이 찬술한 행장과 시장에는 서로 다른 관점이 내포되어있다. 행장과 시장의 찬술태도를 살펴보면 정치적인 문제와 관련된 東皐 李俊慶의 비판문제와 동서분당의 책임을 밝히는 문제에 대하여 가장 큰 차이를 보이고 있다. 김장생에 비하여 이정귀는 이 부분의 서술에 있어 분량은 물론이고 내용도 많이 약화시켰다. 이는 둘의 입장 차이에서 기인하는 것이다. 즉 김장생은 율곡의 문도로서 율곡의 정치이념을 충실하게 계승하려는 입장을 가지고 있었고, 이정귀는 현실정치에 참여하고 있는 행정관료로서의 입장을 고려된 것이다. 김장생의 행장을 가지고 白沙 李恒福은 1615년 비명을 찬술하였다. 그런데 이 비명을 둘러싸고 율곡문도를 포함한 범서인적인 논쟁이 발생했다. 논쟁의 내용은 매우 다양하였지만 크게 몇 가지로 압축된다. 첫째는 이준경의 비판이나 癸未三竄에서 나타나는 율곡 이이의 정치적 입장이 명료하게 표현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둘째는 李珥의 학문적 연원이 退溪 李滉이 아니라는 것을 분명하게 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이의 학문의 형용을 非儒家的 방식으로 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즉 율곡문도들은 율곡의 비명의 찬술을 통해서 자신의 정치적 정체성과 학문적 정통성을 확립하고 공표하려 하였던 것이다. 율곡의 행장 및 비명과 관련하여 진행된 이 논쟁의 한편은 정치 관료인 이정귀가 담당하고 있으며, 그 반대편에는 율곡의 문도가 있었다. 특히 율곡의 문도는 김장생과 같이 율곡에게서 직접 수학한 제자들은 물론, 우계에게서 수학하고 율곡의 문하의 출입한 吳允謙이나, 양문에서 고루 배운 鄭曄 등 매우 다양하였다. 이런 다양함에도 불구하고 이 논쟁이 학문집단이나 政派의 分岐로 귀결되지 않고, 일정한 타협과 조정을 통해서 수렴하고 있다는 점은 주목된다. 이는 논쟁이 주로 서울을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점에 기인한 것으로 보인다. 즉 지역적 개방성이 논쟁 참여자의 다양성을 하나로 묶는 구실을 하였고, 그것은 곧 율곡문도를 중심으로 하는 서인들의 유연성으로 특징되었다. 이 때문에 퇴계문도가 서애문파와 월천문파로 분기되고, 남명문도가 내암문파와 한강문파로 분기되는 것과는 달리 일정한 문도의 분기 없이 서인으로 통합될 수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 [2018년 남북관계, 전망과 과제] “한·미는 북한과 소통채널을 열고 특사 보내야”

        문정인 르몽드코리아 2018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Vol.- No.11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촛불민심이 일궈낸 한국정치의 기적. 그것은 바로 문재인 정부의 출범이었다. 적폐청산과 새로운 대한민국의 미래건설이 새 정부의 역사적 소명이 돼야 하는 이유다. 그 중에서도, 수구정권 9년 간 망가진 남북관계를 복원하고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만들라는 국민의 명령은 최우선적 과제라 하지 않을 수 없다. 이 같은 민심을 반영해, 문재인 대통령도 남북관계 복원을 통해 한미·북미·한중·북중 관계의 선순환 구조를 이뤄내고,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경제공동체를 구축하겠다는 의지를 누차 표명한 바 있다. 이런 의지 표명은 지난 7월 6일, 문 대통령의 베를린 구상에서 명시적으로 나타난 바 있다. “북한에 대한 적대적 의도가 없으며, 북의 체제변화나 흡수통일을 추구하지 않을 뿐 아니라 북한과의 관계개선을 희망한다”는 발언이 이를 압축해 준다. 이 연장 선상에서 문재인 정부는 지난 7월 하순, 이산가족 재상봉을 포함한 인도적 현안을 다루기 위한 적십자회담과 군사분계선에서의 우발적 충돌을 방지하기 위한 군사회담을 제의했다. 그리고 이후에도 북한에 대한 화해와 협력의 메시지를 지속해서 던져 왔던 것이다.

      • KCI등재

        돼지 도축폐수 처리를 위한 RABC 공정의 생물막 세균군집 구조

        성기문,이동근,박성주,Sung,,Gi-Moon,Lee,,Dong-Geun,Park,,Seong-Joo 한국미생물학회 2011 미생물학회지 Vol.47 No.1

        돼지 도축폐수를 처리하는 Rotating Activated Bacillus Contactors (RABC) 공정의 세균군집 특성을 파악하기 위하여 그람양성세균수와 총세균수를 계수하여 기존 고도폐수처리공정인 A2O (Anaerobic-Anoxic-Oxic) 공정과 비교하였다. RABC 공정의 생물막 세균군집구조는 비배양기법인 16S rDNA 염기서열결정법을 이용하여 분석하였다. RABC 공정의 총세균수에 대한 그람양성세균수 비율은 생물막(32%)에 비해 최종포기조(1282%) 및 반송슬러지(958%)에서 현저히 증가한 반면, A2O 공정의 그람양성세균수 비율은 호기조(40%)와 반송슬러지(49%) 모두에서 상대적으로 훨씬 낮았다. 총 9개 문에 해당하는 92개의 클론이 검출되었으며, 이 가운데 최우점 집단은 Proteobacteria (64.1%)와 Actinobacteria (18.4)%로서 이들 2개 문이 전체의 82.5%를 차지하였다. 3번째로 많이 검출된 것은 내생포자형성세균집단이 속하는 Firmicutes (5.4%) 문이었다. 소량 검출된 나머지 6개 문은 Bacteroidetes (3.3%), Chlorobi (2.2%), Nitrospirae (1.1%), Chlorofleix (1.1%), Acidobacteria (1.1%), Fusobacteria (1.1%)의 순이었다. Proteobacteria 문 중에서는 Betaproteobacteria 강 34.8%, Alphaproteobacteria 강 26.1%로서 대부분을 차지하였고, Gammaproteobacteria 강은 3.2%이었다. 내생포자형성세균집단의 비율은 모두 19.4%로서, Firmicutes 문 5.4%와 Actinobacteria 문의 Intrasporangiaceae과 14.0%이었다. 질화세균 및 탈질세균과 관련된 클론 비율 6.5%, 인축적세균과 관련된 클론 비율 5.4%를 기록함으로써 무기영양소 및 악취 제거능력을 가진 세균집단이 RABC 생물막에 많이 서식하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Culture-independent microscopic observations and 16S rDNA analyses were applied to describe the bacterial community inherent to the biofilm structure of the RABC (Rotating Activated Bacillus Contactors) process for swine butchery wastewater treatment. The ratios of Gram-positive bacterial counts to total bacterial counts of the RABC process were significantly increased in the last aeration tank as well as returned sludge, while those of the existing A2O (Anaerobic-Anoxic-Oxic) process maintained constant from aeration tanks to returned sludge. Totally nine phyla were recovered by 16S rDNA analysis, two of which were major groups: the Proteobacteria (64.1%) and the Actinobacteria (18.4%). The third major group was the endospore-forming Firmicutes (5.4%). The remaining six minor groups are the Bacteroidetes (3.3%), the Chlorobi (2.2%), the Nitrospirae (1.1%), the Chlorofleix (1.1%), the Acidobacteria (1.1%), and the Fusobacteria (1.1%). The ratio of endospore-forming bacteria was 19.4%, which was composed of the members of the Firmicutes phylum (5.4%) and the Intrasporangiaceae family (14.0%) of the Actinobacteria phylum. Nitrifying and denitrifying related- and phosphorus accumulating related-sequences were composed of 6.5% and 5.4% of total community, respectively, these could mean the high capacity of the RABC process to remove odor compounds and reduce eutrophication by efficient removing inorganic nutrients.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효율적인 kNN 알고리즘

        이재문,Lee,Jae,Moon 한국정보처리학회 2004 정보처리학회논문지B Vol.11 No.7

        본 논문은 문서분류 방법인 kNN의 실행속도를 개선하는 알고리즘을 제안한다. 제안된 알고리즘은 기존의 kNN이 사용하는 <용어, 가중치>쌍의 목록 대신, <문서, 가중치>쌍의 목록을 사용하여 유사성 계산을 빠르게 함으로써 실행속도를 개선하는 것이다. <문서, 가중치>의 목록은 문서분류의 학습단계에서 <용어, 가중치>의 목록을 행렬 전치함으로써 구한다. 본 논문에서는 제안된 알고리즘을 시간복잡도 측면에서 분석하고 기존의 kNN과 비교 하였으며, 로이터-21578 데이터를 사용하여 실험적으로 성능을 비교 하였다. 실험결과, 본 논문에서 제안한 알고리즘이 기존의 kNN보다 실행속도측면에서 약 $90{\%}$정도의 우수함을 알 수 있었다. This paper proposes an algorithm to enhance the execution time of kNN in the document classification. The proposed algorithm is to enhance the execution time by minimizing the computing cost of the similarity between two documents by using the list of <document, weight> pairs, while the conventional kNN uses the iist of <term, weight> pairs. The 1ist of <document, weight> pairs can be obtained by applying the matrix transposition to the list of <term, weight> pairs at the training phase of the document classification. This paper analyzed the proposed algorithm in the time complexity and compared it with the conventional kNN. And it compared the proposed algorithm with the conventional kNN by using routers-21578 data experimentally. The experimental results show that the proposed algorithm outperforms kNN about $90{\%}$ in terms of the ex-ecution time.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