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효율적인 주파수 변조된 초음파 파형 발생을 위한 최적화된 시그마 델타 변조 기법

          김학현,한호산,송태경,Kim, Hak-Hyun,Han, Ho-San,Song, Tai-Kyong 대한의용생체공학회 2007 의공학회지 Vol.28 No.3

          A coded excitation has been studied to improve the performance for ultrasound imaging in term of SNR, imaging frame rate, contrast to tissue ratio, and so forth. However, it requires a complicated arbitrary waveform transmitter for each active channel that is typically composed of a multi-bit Digital-to-Analog Converter (DAC) and a linear power amplifier (LPA). Not only does the LPA increase the cost and size of a transmitter block, but it consumes much power, increasing the system complexity further and causing a heating-up problem. This paper proposes an optimized 1.5bit fourth order sigma-delta modulation technique applicable to design an efficient arbitrary waveform generator with greatly reduced power dissipation and hardware. The proposed SDM can provide a required SQNR with a low over-sampling ratio of 4. To this end, the loop coefficients are optimized to minimize the quantization noise power in signal band while maintaining system stability. In addition, the decision level for the 1.5 bit quantizer is optimized for a given input waveform, which results in the SQNR improvement of more than 5dB. Computer simulation results show that the SQNR of a FM(frequency modulated) signal generated by using the proposed method is about 26dB, and the peak side-lobe level (PSL) of its compressed waveform on receive is -48dB.

        • SCOPUSKCI등재

          Phylogenetic Study of Ganoderma applanatum and Schizopora paradoxa Basd on 5S rRNA Sequences

          김학현,정학성,Kim, Hak-Hyun,Jung, Hack-Sung The Microbiological Society of Korea 1994 미생물학회지 Vol.32 No.3

          담자균류 균심류의 영지과에 속하는 잔나비걸상(Ganoderma applanatum)과 구멍장이 버섯과에 속하는 좀구멍버섯 (Schizopora paradoxa) 두 종의 5S rRNA 염기서열들을 (EMBL accession mumbers X73589 and X73890) directchemical method로 분석 결정하고 담자균류 균심류와 복균류의 기존에 밝혀진 9종 버섯의 염기서열과 비교하였다. 잔나비걸상과 좀구멍버섯의 5S rRNA는 각각 118개의 염기로 구성되어 있으며 B형 5S rRNA에 해당하였고 Huysmans 등이 제시한 2차구조의 모델에 들어 맞으며 Walker와 Doolittle이 제시한 제 5 염기서열군에 속하였다. 진화거리를 나타내는 Kimura의 염기치환상수 $K_{nuc}$값에 으하면 잔나비걸상과 가장 가까운 좋은 고약버석과의 Ceratobasidium cornigerum으로서 염기 3개의 차이를 보였으며 좀구멍버섯과 가장 가까운 좋은 구멍장이 보섯과의 줄버섯(Bjerkandera adusta)으로서 염기 두개의 차이를 보였다.11개 5S rRNA의 이차구조를 비교하였을때 염기의 치환은 loop 부분보다는 helix 부분에서 많이 일어났으며, 이는 helix 부분이 loop 부분보다는 진화적으로 덜 보존되어 있고 진화 분지를 형성하는데 보다 많은 영향을 주었음을 시사하였다. Kimura의 two parameter method로 계산된distance matrix를 사용하고 Felsenstein PHYLIP package의 Neighbor program에서 Neighborjpomomg option을 이용하여 계통수를 그렸을 때 균심류의 버섯들은 부분적으로 목별로 구분되었다. 균심류의 민주름버섯목에는 적어도 먹물버섯류(Coprinus radiatus)를 제외한 2개의 계통분지가 있고 주름버섯목에도 2개의 계통 분지가 있으며, 복균류에는 말불버섯(Lycoperdon pyriforme)이 독립된 계통분지를 형성하고 있음을 시사하였다. The sequences of the cytoplasmic 5S rRNAs(EMBL accession number X73589 and X73890) from two polupores, Ganoderma applanatum and Schizopora paradoxa, were determined by the direct chemical method for sequencing RNA and compared to the sequences of 9 reported mushrooms. 5S rRNAs of Ganoderma applanatum and Schizopora paradoxa consisted of 118 bases and fit the secondary structure model of the 5S rRNAs of basidiomycetes proposed by Huysmans et al. Based on Kimura’s K_nuc values, the closest fungus to Ganoderma applanatum was Ceratobasidium cornigerum and the one to Schizopora paradoxa was Bjerkandera adusta. When the secondary structures of 5S rRNAs of 11 mushrooms were compared the base substitution occurred at helix regions more than at loop regions. When a phylogenetic tree was constructed using the Neighbor program of the PHYLIP package, it partially discriminated and separated the mushrooms of the Hymenomycetes by the order.

        • KCI등재
        • KCI등재

          현대시 내재율 연구 -장르론을 중심으로-

          김학현 ( Hak Hyun Kim ) 한국현대문예비평학회 2013 한국문예비평연구 Vol.0 No.42

          운율은 서정 장르의 주된 특징이지만 근대이후 내재율 혹은 자유리듬이라는 개념이 제시되면서 중요성은 물론 관심 또한 줄어들었다. 이는 내재율을 현상이 아닌 관념으로 이해했기 때문이다. 또한 자유리듬의 ‘자유’ 역시 규정하기 어렵다는 것으로 이해하였다. 근대 이후 우리시의 운율은 장르의 중요한 요인이 아닌 부수적 특징으로 다루어졌다. 서정장르는 보편적 자아를 통해 보편성을 확보하는 동시에 서사장치와 병행되는 제시형식을 취하게 된다. 요컨대 율격을 지닌 다소 긴 이야기 형식을 취하거나, 이야기와 맞물려 말미에 서정장르가 제시되는 방식을 취한다. 보편적 자아의 감정 확보와 장르의 특성인 서술 억제로 인한 전달력 감소를 양적인 내용의 증가 혹은 병행되어 제시되는 이야기로 보완하는 형식을 취하는 것이다. 고전 시가의 경우 서정적 자아의 범주가 축소되면서 계층, 계급으로 보편적 범주가 줄어들고 그들의 제한적 자아와 소통 가능한 범주 안에서 보편성을 ‘율격’을 통해 획득하게 된다. 율격은 고급가락으로서 음악적 이해도가 가능한 범주에 해당하는 특정인들로 서정 장르의 향유 범주를 제한하게 된다. 근대 이후 시 장르는 ‘율격’ 요소와 결합할 수 없게 된다. 작가 특히 독자에 대한 제한이 불가능한 근대의 경우 율격 장치는 기능을 상실하게 되는 것이다. 따라서 근대 이후 시 장르는 자아의 범주를 확장하는 방법을 다시 사용하거나, 서사화 되면서 이야기 전달력을 높이는 방법, 음악적 요소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운율의 기능을 단순한 장르 특성에서 의미 전달 기능을 담당하는 요소로 변화시켜 보편성을 확보하게 된다. 즉, 내재율은 근대 이후 시 장르의 한 방향으로서 보편성을 확보하는 의미전달력과 장르 특성으로서의 음악적 장치를 유지하고자 했던 노력의 결과물이다. The introduction of concept called internal rhythm or free rhythm which was introduced after modern age have deemphasized the importance of rhythm because rhythm was considered as an idea, not as the present state, even though it is a major feature of lyricism. Internal rhythm also called as free rhythm. As a word ‘free’ in it had been regarded as not to be defined, rhythm in poetry of post modern age changed to a minor factor from critical one. The attitude toward metrics is due to that the biological view of modern outlook on literature which defines every existence must passes through the phases of creation, growth and extinction, also defined poetry. However the evolutionary theory that insists the comparative advantage upon the post modern age genre over former ones are merely a misunderstanding because it is hard to apply classical, modern, present poems to the theory. A literary outcome cannot evolve but is a result from a combination of literary factors in answer to the needs of the age, the readership and the author. Early works of lyricism secures its universality(which is a goal of literature) through universal lyrical self(a narrator). To secure the universality, narrative was put with or into the lyrics. They took forms of stories with metre or attached themselves to the end of the stories. In effect, by the way of securing universality through the universal self and a decrease of persuasive power caused by restrained narration, lyricism possessed itself with narrative or changed itself to one. When it comes to classical poems, lyrical self mutates from universal self into a smaller category such as a certain level or class of society. Metre fully introduced in this era, as the highly developed tune requires musical understandings, hence limited enjoyer class. Metre enabled universality of classical poems which was available only within limited realm. Because of impossibility on writer(and also especially readership) restraint, functions of metre extremely reduced after modern age. So lyricism have to take steps to sustain its universality. First, gaining a response by expanding the category of self. Second, getting poetry over the boundary to become a narrative. Lastly, making a rhythmic factor deliver its messages unlike its original function as a musical requisite. Internal rhythm is a result of efforts to gain persuasive power to insure universality as a course of poetic genre and to sustain the musical contrivance as a special quality of the genre. This study aims to show that the internal rhythm is a present phenomenon, not an idea, and also that modern poem is an outcome of efforts to gain universality and to sustain the character of the genre.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