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검경 수사권 조정에 관한 법안의 비교․검토

        황문규 한국형사정책학회 2018 刑事政策 Vol.30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e recently discussed Redesign of Investigation System is being conducted in order to remove the obstacles of the prosecution 's infinite power to monopolize the power of investigation and prosecution. However, there are various perspectives in the methodology of how to reform it. The government, however, has drawn up a government consensus as a concrete measure of prosecution reform. Several Bills have been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to reflect this consensus. These Bills largely meet the need for the Redesign of Investigation System, especially separation of investigation and prosecution. However, there is a high possibility that the method of installing the investigation agency that shows a big difference in the methodology will act as a variable. Nevertheless, since there is a consensus on the intention of the separation of the investigation – prosecution, there is enough room for adjustment. It is time for the National Assembly to finish the Discussion on the Redesign of Investigation System, even if there is opposition and resistance from the prosecutor. 최근 논의되는 수사권조정은 수사권과 기소권을 독점한 검찰의 무소불위 권한의 폐해를 극복하기 위한 차원에서 이루어지고 있다. 다만, 이를 어떻게 개혁할 것인가의 방법론에서는 다양한 시각이 존재한다. 정부에서는 그럼에도 검찰개혁의 구체적 방안으로서 정부합의안을 도출하여 발표하였다. 지금 국회에는 이 합의안을 반영한 여러 법안이 제출된 상태이다. 여기서는 백혜련 의원안, 심상정 의원안, 곽상도 의원안, 박지원 의원안, 김석기 의원안, 오신환 의원안 등을 중심으로 검토하였다. 이들 법안들은 공통적으로 수사권조정의 필요성, ①수사와 기소의 분리를 통한 검찰권 축소, ②검찰의 직접수사 범위 제한 및 이를 뒷받침하는 장치의 조정, ③그와 연계한 검사의 수사지휘권 등을 대부분 충족하고 있다. 다만 방법론에서 큰 차이를 보여주는 곽상도 의원의 수사청 설치방안이 변수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다. 그러나 수사-기소 분리라는 수사권조정의 취지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된 만큼 조정의 여지도 충분하다. 이제 국회에서 수사권조정 논의를 매듭을 지을 때이다.

      • KCI등재

        초국가적 범죄의 개념과 우리나라 경찰의 대응 방향

        황문규 경찰대학교 2011 경찰학연구 Vol.11 No.4

        Transnationale Kriminalität(TK) hat sich heute zu einer ganz neuen Qualität entwickelt. Sie ist strukturell „etwas anderes“ als bisherige Formen internationaler Kriminalität. TK hat über eine lediglich räumliche Grenzwirkung hinaus eine verräumlichende bzw. transnationale Dimension gewonnen, so dass sie in einem praktisch grenzenlosen kriminalgeografischen Großraum agieren kann. Sie nutzt dabei die Diskrepanz zwischen den Möglichkeiten grenzenloser Mobilität und den Schwächen territorial beschränkter nationaler Strafrechtssysteme aus. Sie umgeht letztere und entzieht sich dem Zugriff der Strafverfolgungsorgane. So wird TK letztlich auch für die Bevölkerung zum Symbol der gesamten heutigen Gefährdungslage, die weder örtlich noch zeitlich noch sozial eingrenzbar ist. Angesichts derartiger neuer Kriminalitätsentwicklungen sind einzelne Staaten „überfordert“, die Probleme aus eigener Kraft zu bewältigen. Darin besteht die Notwendigkeit der transnationalen polizeilichen Zusammenarbeit. Diese Erkenntnis hat die koreanische Polizei auch nicht übersehen und sich bemüht, durch die Mitwirkung an die transnationale polizeiliche Zusammenarbeit die TK zu begegnen. Es gibt dennoch die Aufgaben, die die koreanische Polizei für die effektive transnationale Kriiminalitätsbekämpfung verbessern sollte. Die koreanische Polizei sollte zunächst bei seiner Kriminalpolitik sowie Aufgabenerfüllung den transnationalen Anschauungen Rechnung tragen, welche die aktuelle Entwicklung in der transnationalen polizeilichen Zusammenarbeit verfolgen und damit auch für die Bewältigung der TK im nationalen wie auch transnationalen Raum von Bedeutung sind. Aus koreanischer polizeilicher Sicht wird gefordert, eine Rechtsgrundlage für seine transnationale polizeiliche Zusammenarbeit, insbesondere seine transnationalen Tätigkeiten durch Interpol, im koreanischen Polizeirecht einzuführen, welche derzeit in koreanischen polizeilichen Rechtsordnungen nicht zu finden ist. Es ist zudem erforderlich, die Aufgaben und Stellung der Verbindungsbeamten neu zu konzeptionieren, welche sich bisher daran orientieren soll, Koreanern im Empfangsstaat Hilfe und Schutz zu gewährleisten, wenn z.B. auf einer Reise Probleme auftreten oder zu besorgen sind.

      • KCI등재

        수사절차상 경찰의 지위변화에 관한 고찰

        황문규 한국형사법학회 2012 刑事法硏究 Vol.24 No.2

        Der Polizei obliegt die Aufgabe der Kriminalitätsbekämpfung. So nimmt die Polizei neben der Gefahrenabwehr auch die Strafverfolgung. In der Tat werden etwa 97 %aller Kriminalitätsfälle von der Polizei ermittelt. Die StA hat jedoch von Rechts wegen das „Ermittlungsmonopol“. Nach § 196 Abs. 1 der alten KStPO setzt jede polizeiliche Ermittlungsarbeit die Führung der StA voraus. Außerdem weist § 195 der alten KorStPO die Ermittlungszuständigkeit allein der StA zu. So haben Polizeibeamten keine originäre Ermittlungszuständigkeit, sogar kein Recht des ersten Zugriffs. Im Jahr 2011 wurde § 196 KstPO neu gefasst und die Polizei kann damit selbstständig ermitteln. § 196 der neuen KStPO weist das Recht und die Pflicht zum ersten Zugriff sowie die Selbstständigkeit bei ihrer Ermittlungstätigkeit den Polizeibeamten zu. Für die judikative Kontrolle besteht allerdings nach wie vor ein Anweisungsvorbehalt auf Seiten der Staatsanwaltschaft. Das bedeutet, dass es einen für die Selbstständigkeit der Polizei frei bleibenden Raum bestehen kann, obwohl die Grösse dieses Raumes davon abhängt, inwieweit der Staatsanwalt sein Weisungsrecht ausüben kann. Hier stellt sich die Frage, welche Stellung die Polizei im Ermittlungsverfahren hat. Um diese Frage zu beantworten, hat die vorliegende Arbeit untersucht, was § 196 der neuen KStPO wirklich bedeutet und welche Stellung die Polizei im Ermittlungsverfahren hat.

      • KCI등재

        동서독 경찰통합 과정에서의 동독 인민경찰의 흡수·활용

        황문규,박형식 한국융합보안학회 2013 융합보안 논문지 Vol.13 No.5

        본 연구는 동서독 경찰통합시 동독의 인민경찰이 통일독일의 경찰체제에 어떻게 흡수되었는지를 살펴보고, 이러한독일의 사례가 남북한 통일시 북한경찰을 흡수·활용하는데 주는 시사점을 제시함을 목적으로 하였다. 한 연구에 의하면통일과도기 북한 지역내 소요와 폭동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대략 11만 명 정도의 경찰력이 필요하다고 한다. 이러한 대규모 인원을 통일이라는 급박한 상황에서 짧은 기간에 남한에서 전부 확보한다는 것은 결코 쉽지 않은 일이다. 바로 이점에서 독일 통일과정에서 구동독 경찰의 흡수 사례는 우리가 참고해야 할 좋은 시사점을 제시할 것이라고 본다. 서독경찰은 경찰통합을 주도하면서 동독지역의 인민경찰을 일정한 요건 하에 선별하여 통일독일의 경찰로 재임용하여 활용하였기 때문이다. 이를 통해 향후 남북한 통일과정에서 요구되는 높은 치안수요에 대비하여 마찰 없이 북한 인민경찰을흡수함으로써 남북한 경찰의 원활한 통합을 도모할 필요가 있다.

      • KCI등재

        광역단위 자치경찰제의 기대역할과 한계 및 과제

        황문규 한국공안행정학회 2019 한국공안행정학회보 Vol.28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이 논문은 광역단위 자치경찰제의 주요 내용에 대해 살펴보고, 이를 토대로 기대되는 역할과 거기에 내재되어 있는 한계와 그 극복 방안에 대해 고찰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나아가 자치경찰제의 실행을 위하여 정책적으로 필요한 부분이 무엇인지를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자치분권위원에서 설계한 도입방안이 중앙집권적 사고에 치우친 기득권층의 반발과 저항으로 어그러지거나 왜곡되는 것을 차단하고, 부족한 부분에 대해서는 보완을 통해 보다 완성된 자치경찰제가 시행되도록 기여하고자 한다.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는 광역단위 자치경찰제에서 기대하는 역할은 크게 ①중앙집권적 경찰조직의 지역적 분산, ②주민밀착형 치안서비스 제공, ③국가경찰과 동일한 치안주체 등 3가지이다. 이는 자치경찰제를 설계할 때 우선적으로 고려했던 사항들이기도 하다. 그러나 광역단위 자치경찰제는 국가경찰의 조직과 인력을 자치경찰로 이관하는 방식의 속성상 기대역할이 가지는 본질적 한계도 있다. 특히 문제되는 지점은 자치경찰제에 대한 편향된 인식에서 비롯된 한계인데, 예컨대, 자치경찰제 도입의 현실적 고려 하에서 극히 제한해놓은 자치경찰의 수사에 대해 검사의 지휘 하에 둔다거나, 특별사법경찰화하거나, 무늬만 경찰이라는 제주자치경찰의 연장선으로 보거나, 그래서 자치경찰을 지자체의 보조기관 정도로 취급하려는 등의 인식이 있다. 이러한 점을 고려할 때, 광역단위 자치경찰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서는 ①자치경찰제에 관한 인식 제고, ②현장치안력의 보강대책 마련 등의 과제를 해결해야 한다. This paper examines the major contents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and the expected roles and limitations inherent in self-governing police system and the ways to overcome them. Furthermore, what is needed for the implementation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s presented. Through this, it is intended to prevent the introduction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from being distorted or distorted by the opposition of the vested rightist group, and complementing the lack of self-governing police system. The role expected from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s largely divided into three areas: ①regional dispersion of the centralized police organization, ②service provision of police service for local residents, and ③ subject of the policing such as national police.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however, has its inherent limitations in its role of transferring the organization and manpower of national police to self-governing police. Especially the problematic point is the limit derived from biased perception of self-governing police system. For example, there is a biased perception that the self-governing police regarding investigation is turned into a special judicial police, or treated as an auxiliary agency of the local government. In view of this, the successful introduction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should address above all the following issues: ①correct the wrong perception about self-governing police system.; and ②provide measures to reinforce the field policing.

      • KCI등재

        현 시점에서 도입가능한 자치경찰제 모델 구상과 과제

        황문규 한국경찰연구학회 2018 한국경찰연구 Vol.17 No.3

        이 글은 현 정부의 광역단위 자치경찰제 도입이라는 국정과제를 실현하기 위한 방안 으로 ‘어떠한 자치경찰제인가?’의 물음에 대한 고민을 통해 자치경찰제 도입의 방향과 과제를 짚어보고, 현 단계에서 ‘도입가능한’ 자치경찰제 도입 모델을 구상해보고자 한다. 현 단계에서 도입가능한 자치경찰제는 무엇보다도 경찰의 지방분권화와 지역특성에 부합하는 치안서비스 제공이라는 자치경찰제의 취지에 부응하는 모델이어야 한다. 또 한 치안력 약화를 방지하면서도 급격한 제도 도입에 따른 부작용을 해소할 수 있는 모 델이어야 한다. 이러한 점을 고려하여 현 단계에서 논의의 가치가 있는 모델로 경찰개 혁위원회의 모델과 서울시 건의안의 장점을 흡수하고 단점을 보완하는 1999년 경찰청 시안을 주목하였다. 이 모델을 성공적으로 도입하기 위해서는 넘어야 할 과제가 있다. 첫째, 경찰체제의 변동에 따른 치안공백 등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없도록 해야 한다. 둘째, 이 모델 도입 의 타당성에 대한 국민적 이해와 공감대를 형성하여야 한다. 셋째, 자치경찰제 도입의 직접적 이해당사자인 경찰의 협력을 끌어내야 한다. This paper explores what kind of self-governing police system that the new government has set as a national task should be introduced, and what challenges must be overcome to implement a successful self-governing police system. Based on this, this paper intends to envisage the introduction model of 'self-governing police system' that can be introduced at the present stage. Above all, it should be a model that responds to the purpose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which is to provide police services in accordance with local decentralization and local characteristics of police. In addition, it should be a model that can prevent the weakening of the police forces and eliminate the side effects caused by the rapid introduction of the system. In this regard, we paid attention to the model of the Police Reform Plan in 1999, which absorbs the advantages and complements the disadvantages of the model of the Police Reform Committee and the proposal of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Based on this, a new model that is feasible at this present stage is presented. There is a challenge to successfully introduce this model. First, there should be no public concern about security concerns due to changes in the police system. Second, the public understanding and consensus on the validity of this model should be established. Third, it is necessary to lead the cooperation of the police.

      • KCI등재

        (국가경찰 중심의) 일원적 자치경찰제에 관한 고찰 : 김영배 의원안의 경찰법 개정안을 중심으로

        황문규 한국경찰연구학회 2020 한국경찰연구 Vol.19 No.4

        본 연구는 최근 발표된 이른바 (국가경찰 중심) 일원적 자치경찰제 모델을 대상으 로 자치경찰제의 취지와 이상의 관점에서 한계와 가능성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개선 방안을 제시하여 궁극적으로 바람직한 자치경찰제로의 발전에 기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일원적 자치경찰제는 현행 경찰 조직 체계를 유지하면서 경찰의 사무를 국가경찰과 자치경찰의 사무로 구분하고, 그 사무에 따라 지휘·감독의 주체를 달리하는 모델이다. 경찰조직의 외형은 이른바 국가경찰 중심으로 일원화된 자치경찰제 모델이다. 자치경 찰이든 국가경찰이든 모두 국가경찰공무원의 신분을 유지한다. 따라서 ‘자치경찰의 사무는 있으나 자치경찰관은 없는 모델’로 요약할 수 있다. 때문에 자치경찰사무를 담당 하는 경찰관만으로 자치경찰의 정체성 확보가 가능하겠는가라는 의문이 남는다. 그러나 일원적 자치경찰제에서도 자치경찰제의 요소를 찾을 수 있다. 예컨대, 국가 경찰사무와 자치경찰사무를 구분하고, 시도지사가 자치경찰사무의 수행에 필요한 예산 을 수립하고, 시도지사 소속의 시도자치경찰위원회에서 자치경찰사무를 관장하면서 자 치경찰사무를 수행하는 경찰관에 대한 인사권과 감찰권을 행사하고, 나아가 경찰서장 의 자치경찰사무 수행에 대해서 정기적으로 평가하도록 한 규정 등이다. 이러한 점에서 일원적 자치경찰제는 ‘완전한 자치경찰제로 가기 위한 과도기적 방 안’으로 볼 수 있다. 이는 그간 자치경찰제에 대한 국민적 인식이 낮고, 현장 경찰관들 의 거부적 태도를 고려하지 않을 수 없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 이러한 과도기를 통해 경찰 임무 등 경찰 개념에 대해 지자체와 경찰 간 인식 차를 줄일 기회를 가질 필 요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the limitations and possibilities of the (centered on the national polic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from the perspective of the purpose and ideals of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and to present improvement measures. The monolithic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s a model which has self-governing police office, but no self-governing police officer. Therefore, the question remains whether it is possible to secure the identity of the self-governing police. However, it is possible to find an element of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n that the provincial governor establishes the budget necessary for carrying out the self-governing police affairs, and there is a self-governing police committee in charge of the autonomous police affairs.

      • KCI등재

        자치경찰제 도입 추진상의 문제점과 대응 전략

        황문규 한국경찰법학회 2020 경찰법연구 Vol.18 No.1

        The Local Police System of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was finally established. The Presidential Committee on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The Committee) reviewed various models on the local police system, especially the model that police reform committee introduced. However, the model of the police reform committee was considered that there was a concern about confusion in the field of police due to artificial division of the police affairs office, failing to overcome the limitation of the Jeju local Police System. Therefore, the introduction of the local police system has a limit in which it is inevitable to compromise. Therefore, there are a few challenges that need to be overcome until it is finally implemented so as not to distort the introduction of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provided by the Committee. That is, to raise public awareness of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to overcome the public concern about the confusion caused by the change of the police system, and to bring about the cooperation of the police, which is a direct stakeholder in introducing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지금까지 여러 정부에서 자치경찰제 도입을 추진하였으나 성공적인 입법으로 이어지지 못한 이유이기도 하다. 현 정부에서도 과거 정부에서처럼 자치경찰제 도입을 위한 관련 법안을 마련하였고, 현재 국회에 대표 발의된 상태에 있다. 아쉽게도 관련 법안의 국회통과에 대한 전망은 그리 밝지 않다. 그렇지만 최악의 경우 20대 국회에서 입법이 성공하지 못하더라도, 아직 2년 남짓 남은 현 정부 기간 내에는 소기의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금의 논의를 이어갈 추진동력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 이러한 배경 하에 이 글은 그간의 추진과정을 되돌아보고 문제점은 없었는지, 개선・보완할 점은 무엇인지 등을 점검하고자 한다. 이를 토대로 향후 자치경찰제 도입에 대한 추진동력을 이어가기 위해 어떻게 전략적으로 대응할 것인지를 살펴본다.

      • KCI등재

        위험사회 속에서의 경찰권 행사

        황문규 한국경찰연구학회 2016 한국경찰연구 Vol.15 No.3

        위험으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가 오히려 시민의 자유를 위협한다면 이는 모순된 대응이 아닐 수 없다. 때문에 위험사회가 경찰국가로 변질되는 것을 경계해야 한다. 그러나 그것이 지나쳐서 필요한 경찰권조차 제대로 행사될 수 없도록 하는 것은 곤란하다. 왜냐하면 자칫 경찰권의 확대․강화의 위험에 대한 지나친 경계가 오히려 경찰의 손발을 묶어놓는 결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경찰활동에 대한 충분한 법ㆍ제도가 마련되어 있지 못하고, 나아가 경찰활동의 목적에 관계없이 지나치게 형사법적 시각에서 통제하려 한다는 우리나라의 현실을 고려하면 더욱 그러하다. 바로 이 점에서 위험사회에서의 경찰권 행사의 문제는 경찰권의 확대․강화 및 그에 따른 경찰국가화에 대한 경계의 관점과 더불어 그러한 경계가 지나친 것은 아닌지의 관점을 모두 고려한 균형잡힌 시각에서 논의될 필요가 있다. 그러면 위험사회에서 경찰권행사가 경찰국가화로의 변질을 우려해야 한다면 이를 방지하면서도 경찰권의 적절한 행사를 담보할 수 있는 합리적인 방안은 무엇인가. 이에 대해서는 자치경찰제의 도입을 통한 중앙집권화된 경찰권의 분산, 경찰정보활동에 대한 법적 근거 마련 등 다양한 방안이 검토될 수 있을 것이다. The emphasis on safety in risk society leads to a strengthening of the police for safer communities. There is also proportionally increasing concern about the enlargement of the police, which leads to even police state. It is clear that security for citizens is according to social contract the reason for being of the nation. Thus it cannot help taking more or less the risk of the enlargement and strengthening of the police power to ensure safety from the risk. However, it becomes serious concern if the expanding of the police power leads to a police state. When some action for safety from risk threats the freedom of citizens, it can be contradictory responses. That's why it should be alert that the risk society turns into the police state. However, it is also difficult if those alert keeps the police from doing the proper action. For this reason, excessive vigilance against the expanding of the police power must be avoide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