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전통문화의 보존과 세계적 소통의 의미에서 살펴본 세계민족궁대축전(世界民族弓大祝典)(WTAF)의 의의 2

          주동진 ( Dong Jin Joo ),김용국 ( Young Kuk Kim ) 대구가톨릭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2015 인문과학연구 Vol.0 No.24

          Bows have been used in many ways for many centuries. Their shape and way of use are different with respect to districts and circumstances. This means that various peoples have their own archery cultures. WTAF will serve to the sharing of various traditional cultures, as well as to the preservation of various cultures in the global communities. The archery game will be carried out in traditional way (with the traditional bow and arrow, traditional clothes, traditional game systems) and thus this Festival will give us many amusements and colorful attractions. Therefore, WTAF will be the most suitable for the aim of exchange of global friendship, and it will be one of the idealist main events of world Sport for all.

        • KCI등재

          論語에서 찾아본 體育의 道 : sportsmanship

          朱東珍(Joo, Dong-Jin) 동아인문학회 2015 동아인문학 Vol.33 No.-

          論語의 내용은 고리타분하다. 결코 특별한 내용이 없다. 또한 論語는 비밀스럽거나 신비한 내용도 없다. 물론 새로운 내용도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論語는 2,500년 東洋歷史의 제1서적이다. 왜냐하면 孔子(論語)는 사람의 길(道)을 제시하며 이를 강조했기 때문이다. 이것이 論語의 길(道)이다. 이것은 세월이 지나도 변함없는 영원한 교훈이다. 따라서 論語는 지금도 여전히 유효한 人文學으로써 인류의 寶庫가 틀림없다. 이 연구는 論語에서 찾아본 體育의 道로서 스포츠맨십에 관한 것이다. 이에 대한 결과를 다음과 같이 7가지로 정리하였다. 1) 배움(학습과정)의 道 : 반성과 성찰, 2) 모범의 道 : 규범준수와 행위의 모범, 3) 명예의 道 : 부끄러움을 아는 사회, 4) 공존과 화합의 道 : 大同社會 구현, 5) 경쟁과 유희의 道 : 최선을 다하며 정정당당하게, 6) 배려의 道 : 다름과 차이, 7) 자율의 道 : 선수의 몫. The Analects of Confucius is outdated. There is no special information. In addition, the Analects of Confucius is not aged or even does not have any mysterious secret information. Of course, there are new contents. Nevertheless, the Analects of Confucius is the core book of the East 2500 years history. Due to the Confucius, the Analects of Confucius presents human ways (Dao; 道) and emphasizes them. This is the way(道) of the Analects of Confucius. It is a unchangeable eternal lesson even after all those years. Therefore, the Analects of Confucius is one of the human’s precious books that must be still valid in the field of the humanities. The study is about sportsmanship that relates to the Dao(道) of Physical Education which was found in the Analects of Confucius. Results can be summarized in seven categories as follows: 1) Dao as learning (the learning process): self-reflection and introspection 2) Dao as the Best: compliance and the model of the action 3) Honor of Dao: society which knows the shame. 4) Dao as co-existence and harmony: realization of a Big society 5) Dao as competition and amusement: Being fair and doing one’s best 6) Dao as consideration : the difference and the dissimilarity 7) Dao as the Autonomous: Share of players.

        • KCI등재

          荀子와 韓非子사상의 스포츠철학적 함의

          주동진(Joo, Dong-JIn),김동규(Kim, Dong-Kyu) 한국체육철학회 2020 움직임의철학 : 한국체육철학회지 Vol.28 No.4

          荀子와 韓非子는 예치(禮治)와 법치(法治)로써 사회질서를 유지하려 하였다. 荀子의 예치는 인의(仁義)를 교육하는 것, 즉 화성기위(化性起僞)로 인간의 惡한 본성을 교화시키는 것이었고, 韓非子의 법치는 惡한 인간본성은 교육보다 강력한 法으로 다스리는 것이 사회질서를 유지하는데 합당하다고 보았다. 荀子는 인간의 자율성을 인정한 반면, 한비자는 법(규제)의 다스림, 즉 타율성에 사상적 근거를 두고 있다. 이 연구는 荀子와 韓非子의 이러한 논리가 스포츠철학 연구에 시사하는 점이 있다는 전제하에서 이를 기반으로 현대스포츠의 난제들을 치유하는 방안을 탐색하였다. 현대스포츠의 거대 자본주의식 경영으로부터 파생되는 무절제한 자유, 이익의 불법적인 공유를 지향하는 스포츠계의 부도덕화에 대한 치유를 위해 荀子와 韓非子가 역설한 예치교육과 법치교육에 근거하여 현실적이며 실질적인 대안을 모색하였다. Xunzi (荀子) and Hanfeitzi (韓非子) aimed to maintain social order through the rule of propriety (禮治) and the rule of law (法治). Xunzi’s rule of propriety aimed to teach benevolence and justice (仁義), that is, to reform the evil (惡) nature of humans using transformation through intentional effort (化性起僞). Hanfeitzi’s rule of law viewed governing through strict laws to be more suited to maintaining social order than educating against the inherently evil nature of humans. While Xunzi acknowledged the spontaneity of humans, the basis of Hanfeitzi’s thought was in governing by law (regulation), or governing by external force. This study examined ways to resolve difficult issues faced in modern sports based on the premise that the ancient philosophical thoughts of Xunzi and Henfeitzi have implications for today"s sports philosophy research. Realistic and practical alternatives based on the rule of propriety and the rule of law taught by the two Chinese philosophers were sought to solve the issues of unfettered freedom due to extensive capitalism and the greedy sports scene that aims to gain profits at the expense of moral conduct.

        • KCI등재

          MELD 점수 도입 이후 국내 알코올 간질환의 뇌사자 간이식 현황

          주동진 ( Dong Jin Joo ) 대한소화기학회 2021 대한소화기학회지 Vol.77 No.1

          The organ allocation system should be fair and efficient to predict the prognosis of patients with end-stage organ failure. The liver allocation system in Korea was changed to the model for end-stage liver disease (MELD) score system from Child-Turcotte-Pugh score-based status system in 2016. Since then, there have been some changes in matching liver graft to recipients in deceased liver transplantation. The severity of sickness of the end-stage liver failure patients has been increased in the MELD era than before. Since 2013, liver transplantation for alcoholic liver disease has been gradually increasing in Korea. We should take proper evaluation into consideration when we decide early liver transplantation particularly for patients with severe alcoholic hepatitis, who have a high MELD score. Above all, overcoming organ shortage, it is necessary for us to try to increase the number of deceased donors to meet the need for liver transplantation for end-stage liver disease patients. (Korean J Gastroenterol 2021;77:4-11)

        • 국가주의 체육사상 두 맥락의 현대적 의의

          주동진(Dong Jin Joo),김동규(Dong Kyoo Kim) 한국체육철학회 2002 움직임의철학 : 한국체육철학회지 Vol.10 No.1

          `제3공화국의 박정희와 독일의 Jahn은 국가와 민족이라는 용어를 왜 그렇게 외쳤는가? 그리고 `그들은 무엇 때문에 국가주의 체육정책을 실현하려하였는가? 한국의 제3공화국과 근대 독일은 근·현대라는 시간적 차이와 동·서양이라고 하는 지역적 차이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국가주의 이데올로기를 통하여 체육정책을 구현하고, 국가발전과 민족통일 및 국민체육의 시대를 열었다는 점에 있어 일맥상통하는 부분이 있다. 그의 주역인 박정희와 Jahn은 국민총합과 민족중흥, 국위선양을 목표로 `강력한 국가주의 이데올로기`를 통하여 조국의 해방과 민족통일을 전재하였다. 이러한 정책사조에 의해 한국과 독일 모두 세계사에 스포츠강국으로 위치하는 계기를 마련하였으나 국가주의 이데올로기의 적용방법은 다른 모습으로 전재되었다. 한국의 경우는 정부 주도 하에, 독일의 경우는 민중 주도의 정책이 이루어졌으며, 전자는 외면적 욕구의 강요, 후자는 내면적 욕구의 상승이라고 하는 특징이 두드러졌다. `국가주의 체육정책의 모델링`의 두 맥락은 적지 않은 부작용과 목표성취에 한계가 있었지만 이 시대에 있어서도 무시할 수 없는 이데올로기임에 틀림없다. 자국의 시대상황에 따른 이데올로기의 응용으로써 생존과 발전을 위해 국가주의의 적절한 수용은 필요 불가결한 방안이었던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how to national physical education thought could be applied to Chunghee Park`s regime, Korea and the Modern German Republic. Although there was a difference between Chunghee Park`s regime and the Modern German Republic in terms of the times and place, the national development, national union, national physical education had been achieved through the national ideology. In Korea and Germany, people who taken over these policies, were Ex-present, Chunghee Park and Jahn. Their focus was to make the National Union and national development through physical education. The result of this thought and practice made Korea and Germany, a strong nation in sports, however, the result of the nationalism had been spreaded out in different way. In Korea, the government took over the sports policies and direction, in Germany, the people had control over that situation. After all, "The model of the national physical education` have produced ill effects in many ways, however, it have not been carelessly as national ideology in contemporary age. According to situation and circumstance, an appropriate application of the nationalism should be done to survive and development for its nation.

        • KCI등재
        • KCI등재

          대한장애인궁도협회 발전방안: 경기와 협회 운영에 대한 시론(試論)적 접근

          주동진 ( Dong Jin Joo ),심태영 ( Tae Young Sim ),박기용 ( Ki Yong Park ) 한국특수체육학회 2015 한국특수체육학회지 Vol.23 No.3

          본 연구는 ‘대한장애인궁도협회’의 발전방안으로 ‘경기와 협회’운영에 대한 것이다. 연구결과는 다음과같다. 장애인궁도협회의 발전을 위해서 첫째, 재정지원 ‘0’에서 벗어나야 한다. 둘째, 상시든 임시든 행정직원이 있어야 한다. 셋째, 협회를 홍보하고 관리하기 위한 홈페이지(웹 사이트)가 구축되어야 한다. 넷째,수준 높은 장애인 궁사들이 출전해야 한다. 다섯째, 자원봉사(인적 자원)를 많이 확보해야 한다. 다음으로 ‘장애인 궁도경기’의 발전방안이다. 우선,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대회규정이 달라야 한다. 또한 장애인 궁도경기 역시 ‘장애 종류’에 따라 달라야 한다. 그러므로 장애인궁도의 발전을 위해서 다음과 같은 제안들이 이루어져야 한다. 첫째, 활(장비)의 문제이다. 장애인들이 쉽게 접근하기 위해 약한 활을 사용해야 한다. 이것은 안전과도 관련된다. 둘째, 과녁의 거리와 크기를 조절해야 한다. 현재 과녁은 145m이며 이것은 너무 멀다. 이는 다양한 장애인의 접근을 제한한다. 셋째, 경기운영(장애인 궁도교육 전문지도자와 경기심판양성)의 문제이다. 현재, ‘장애인전문 궁도교육자’도 없을 뿐만 아니라 ‘장애인경기 전문심판’도 없다. 이상의 제안들이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대한장애인궁도협회’의 미래는 불투명하다. As a way to develop ‘Korea National Archery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this study examines the operation of ‘the games and the association’. The finding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to develop Archery Association for the Disable, first, it is needed to escape from financial support ‘0’. Second, it is necessary to secure either permanent or temporary administrative staff. Third, it is required to create a homepage (website) to publicize and manage the association. Fourth, it is needed to enter competent disabled archers into the games. Fifth, it is necessary to secure more volunteers (human resources). Next, to develop ‘archery games for the disabled’, game rules for the disabled and the non-disabled should differ. Also, archery games for the disabled should be differentiated according to the ‘types of disabilities’. Thus, to develop archery for the disabled, this author suggests the followings: the first one regards the equipment (bow) issue. Weaker bows should be used so that they can be more accessible to the disabled. This is also associated with the safety issue. Second, the distance between the target and the player and the target size should be changed. The presently used target is 145 meters far, and it is, in fact, too far. This lowers the accessibility of the disabled with different types of disabilities. The third one regards the operation of the games, that is cultivating coaches specialized in instructing disabled archers and the referees. Presently, there are neither ‘the coaches specialized in instructing disabled archers’ nor ‘the referees specialized in games for the disabled’. Unless these suggestions are fulfilled, there is no hope for ‘Korea National Archery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