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건설현장 인접 시설물 실시간 계측관리를 위한 모바일 시스템 구축

        정민구,김경곤,김상용,김광희 한국방재학회 2014 한국방재학회 학술발표대회논문집 Vol.2014 No.-

        최근 도심지 건축공사에서는 주변건물이나 시설물의 안전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하는 기존 계측관리의 문제점을 극복하고, 안전성을 파악하여 위험요소로부터 신속히 대처하기 위한 실시간 계측 시스템의 도입이 필수적이다. 특히 건설현장에 인접한 지하철 시설은 가장 주요한 계측관리 대상으로 조사되었으며, 진동과 균열, 기울기의 실시간 계측을 통한 현장 안전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인접 시설물의 안전성을 계측관리하기 위한 실시간 계측시스템 구축에 대한 연구는 미흡한 실정이며, 특히 최근 보편화 된 스마트폰과 연동할 수 있는 시스템의 구축에 대한 연구는 전무한 실정이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인접 지하철 시설물의 계측관리에 모바일 기술 적용한 실시간 자동계측시스템을 구축하여 주변시설물의 안전성을 실시간으로 확인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본 시스템에 이용되는 계측장비는 진동 측정기, EL-BEAM, 균열계, 자동계측기로 구성하였으며, 계측 결과값의 장거리 송수신을 위한 CDMA모뎀, 서버 PC, 모니터링 PC, 스마트폰으로 구성하였다. 실시간 자동계측 시스템과 기존 수동적 계측관리 시스템 대비 효과를 분석할 뿐만 아니라 현장 관리자의 신속한 의사결정 수단이 될 것으로 사료된다. 본 연구를 토대로 최근 산업 전반에 걸쳐 활성화되고 있는 모바일 기술을 현장계측에 적용함으로서 건설기술과 모바일 기술의 융합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 KCI등재

        정재완 시인 연구를 위한 예비적 고찰—물음과 단서들

        정민구 현대문학이론학회 2021 現代文學理論硏究 Vol.- No.85

        Poet Jeong Jae-wan produced remarkable literary achievements while working as a regional literary activist, publishing nine collections of poetry and two collections of children’s verse during his lifetime. In addition, since his debut with Hyŏndaemunhak in 1960, he has continued to expand the scope of regional literature by actively interacting with writers from other regions as literary coteries. This paper first summarized the literary life of the poet, and in this process, it evoked a point where the gaps and deficiencies in the history of regional literature or modern Korean literature can be filled. To this end, prior to a full-fledged study of the poet's literary activities, several clues were drawn as a preliminary work. They include issues of poetic authenticity surrounding the period of stagnation, relationships between (collections of) poetry and (collections of) children’s verse, his collections of poetry found in Yoon Seok-joong's bookshelf, and literary intercourse inherent in the poet's pen names. This preliminary study is expected to provide a basis for identifying the whole poetic world of Jeong Jae-wan and help form constellations of regional literature. 정재완 시인은 광주 지역을 중심으로 문학 활동을 하면서 생전에 9권의 시집과 2권의 동시집을 발간하는 등 괄목할만한 문학적 성과를 이루어냈다. 아울러 1960년 『현대문학』으로 등단한 이래 다른 지역의 문인들과도 여러 동인을 결성하여 활발하게 교유하면서 지역문단의 외연을 넓히는 활동을 지속하였다. 이 논문에서는 시인의 문학적 생애를 정리하고 문학 활동을 검토하는 과정을 통해 지역문학이나 한국현대문학사의 공백과 결여를 보완할 수 있음을 환기하고자 하였다. 아울러 시인에 대한 본격적인 연구를 추동하기 위한 예비적 연구의 차원에서 몇 가지의 물음과 단서를 도출해 보였다. 침체의 시기를 둘러싸고 발생하는 시적 진정성의 문제, 시(집)과 동시(집)의 관계, 윤석중 문고에서 발견된 시집들, 시인의 아호에 내재한 문학적 교유 등이 그것이다. 이러한 예비적 연구를 통해 정재완 시인의 시 세계 전반을 규명하기 위한 실마리를 마련하고 지역문학(사)의 별자리를 구성하는 데에 보탬이 되고자 하였다.

      • 외국인 건설근로자의 직무스트레스 관리 방안

        정민구,신대웅,정경환,신윤석 한국방재학회 2014 한국방재학회 학술발표대회논문집 Vol.2014 No.-

        건설산업은 노동집약적 특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성공적인 프로젝트 완수를 위해서는 근로자들이 작업에 충실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는 것이 필수적이다. 그러나 건설근로자들은 타 산업현장과 달리 높은 작업강도, 휴일근무, 안전사고 발생 등으로 타 산업의 근로자들보다 높은 수준의 스트레스를 받는다. 더욱이 한국의 문화와 언어에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 건설근로자들은 한국인근로자들과는 다른 이유나 다른 수준의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다. 직무 스트레스란 직무요건이 근로자의 능력이나 자원 또는 근로자의 요구와 일치되지 않을 때 생기는 신체적, 정신적 반응으로 정의할 수 있다. 직무 스트레스가 증가할수록 우울, 불안, 스트레스 증상의 발생이 높으며 각종 사고와 재해율의 증가 등을 야기하며, 결과적으로 생산성 저하에 많은 영향을 주기 때문에 사전에 적절히 예방하고 관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국내에서는 외국인 건설근로자의 직무스트레스에 관한 연구가 전무한 실정이다. 노동집약적인 건설 프로젝트의 특성과 증가하고 있는 외국인 건설근로자의 수를 고려해 볼 때, 이들의 직무스트레스 요인 평가 및 관리방안에 관한 연구는 반드시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국내 건설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들의 직무 스트레스 요인을 평가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실효성 있는 직무 스트레스 관리방안을 제안하였다. 외국인 건설근로자들의 직무스트레스 측정을 위해서 설문조사를 수행하였고, 조사결과를 SPSS Statistics 19를 이용하여 통계적으로 분석하였다. 그 결과 주요 스트레스 요인들을 도출하고 이에 맞는 직무스트레스 방안을 제시할 수 있었다. 본 연구의 결과는 향후 국내 건설회사의 외국인 건설근로자 직무 스트레스 저감을 위한 노력에 중요한 참고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 범대순의 기계시학 연구

        정민구 한국지역문학회 2016 한국지역문학연구 Vol.5 No.3

        이 글은 범대순 시인의 기계시학을 연구한 글이다. 이 시론은 1950년대 중반에 구상되었다. 그 시기는 한국전쟁 후이므로, 국토뿐만 아니라 시인의 내면은 황폐화되어 있었다. 이런 시대 상황이 기계시론을 잉태한 것이다. 그 시기에 대학에 복학한 범대순은 국토를 재건하는 불도저에게서 힘을 발견하고 매혹적 존재로 인식하게 되었다. 당시에 불도저는 공병부대의 기계였으므로 전쟁 기계의 이미지를 지니고 있었다. 그러나 시인은 그것을 시작품의 대상으로 탈바꿈시켜 국토 건설의 의무를 실천하는 재건 주체의 이미지를 기입하였다. 그것이 그의 독특한 기계시학이다. 논자는 이 점에 주목하여 시인이 기계에 대한 인식을 확장하여 전쟁 후의 피폐한 내면을 재건한 부분을 드러내고자 시도하였다. 곧, 범대순의 기계시학은 전쟁의 비참한 현실을 극복하려는 역동적 행동이었다. This article is machine ars poetica of research and a poet Beom Dae-sun. The public opinion in the 1950s in the middle of the Initiative. After the Korean War the time and, as well as the Ministry of Land, Transport and is devastated inside. The machines give an essay in this era. At the time I went back to school at the University of Beom Dae-sun is fascinating and discover the power from bulldozers rebuilding the country will be to identify as. Engineer element of the machine for bulldozers at the time of war had the image of the machine. The poet that trial product into the subject of the national territory construction of the compulsory entry of reconstruction demonstrates the images. it's his unique machine poetics. This is a debater for the poet's perception of the machine after the war by extending the impoverished inner part trying to make to rebuild. Soon, poetics is a war machine of the Beom Dae-sun's dynamic action to overcome the grim reality facing.

      • KCI등재

        생태주의 담론에 대한 정신분석학적 고찰─ 라캉의 <네 가지 담론> 개념을 중심으로

        정민구 한국문학이론과비평학회 2011 한국문학이론과 비평 Vol.52 No.-

        Today, most of academical persons suggest frequently one standard opinion about ecological discourse. So to speak, they generally have agreed that the ecological discourse we scholars need is not yet arrived, or constructed otherwise. If that is the case, we need attempt to construct some possible models on that. For discussing the ecological discourse as ‘not yet’, Jacques Lacan’s four discourses─master’s discourse, university’s discourse, hysteric’s discourse, analyst’s discourse in turn─suggest that we need analyse our hypothetical ecological discourse at the very first time. The four discourses consider some major factors like language and (its) social links, subject and (its) other. Moreover it subverts the existing modern trend of thoughts against itself. A ecological discourse as refusing the anthropocentric notions, in that sense, has some analogy to the four discourses. In this paper, we attempted, within the limits of the possible, to make a model of (ecological) four discourses from Lacan’s original one. As a result, (ecological) four discourses outputs one (possible) way of analysing eco-centric literatures, and suggests how to reestablish ‘greenly’ the ecological (un)consciousness/discourse being interconnected to the other various discourses.

      • 김준태의 ‘불이(不二)의 시학’ 시론(試論) : 세션 1-5 : 빅데이터 시대 문학과 융합

        정민구 한국문화융합학회 2020 한국문화융합학회 전국학술대회 Vol.2020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조남령의 문학 세계 연구 : 고결한 시적 영혼의 우주적 융화

        정민구 한국문화융합학회 2018 한국문화융합학회 전국학술대회 Vol.2018 No.6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조태일의 민중시 담론 연구 -「민중언어의 발견」(1972)을 중심으로

        정민구 원광대학교 인문학연구소 2019 열린정신 인문학연구 Vol.20 No.1

        In the 1970s, each concept of “Minjung” and “Minjung Literature” was not yet clearly established. Nevertheless, the call of them was regarded as the most urgent request for the time. In this reality, Cho Tae-il as a “Minjung-oriented” poet, was in line with the Minjung Literature discourse of Changbi, while still having a task of inventing his own Minjung poetry discourse. Instead of suggesting Minjung as an obscure concept, he chose to discover it in concrete reality. By analyzing “the discovery of Minjung Language,” Cho Tae-il’s poetics published in Changbi (1972), this paper explores what is the meaning of ‘Minjung Language’ and its ‘discovery’ or ‘re-discovery.’ This is the process of seeking answers to whether he wanted to discover it in order to establish the concept of ‘Minjung,’ because that concept was not yet established at that time, or whether the word ‘discovery’ has an inherent connotation towards what is to be found. In addition, it will be a work that triggers re-search of the literary traces of the concept of ‘Minjung’ as the unestablished, which is always regarded as the done in the current state in the faced times, and extension of continuous thinking. 1970년대 ‘민중’과 ‘민중문학’은 아직 명확하게 정립되지 않은 개념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민중과 민중문학의 호명은 당대의 당위적인 요청으로 간주되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민중지향적’ 시인으로서 조태일은 『창비』의 민중문학담론에 부합하면서도 자신만의 민중시 담론을 구축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었다. 그는 불명확한 개념인 민중을 새롭게 ‘발명’하는 대신 구체적인 현실 속에서 ‘발견’하는 방법을 선택했다. 1972년 『창작과비평』 봄호에 발표된 「민중언어의 발견」은 그 방법을 민중시 담론으로 공론화하기 위한 것이었다. ‘나쁜 시’들로 팽배한 당대의 문학적 상황을 비판하면서 그는 ‘민중언어’에 입각한 ‘좋은 시’의 자격을 논의했다. 좋은 시란 시인이 속해 있는 지금 여기의 현실적 상황에서 ‘우리’의 정서와 사상, 아픔을 우리의 언어(민중언어)를 통해 표현함으로써, 문학적 공감장을 구축하고 궁극적으로는 한국현대시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작품을 말한다. 본고는 좋은 시의 토대로서 민중언어를 발견하기 위해 그가 독해했던 시인들 가운데 신경림과 김지하에 한정하여 민중언어의 발견이 갖는 의미/함의를 탐색해보았다. 이는 당대에 ‘민중’이 아직 정립되지 않은 개념이었던 탓에, ‘민중언어’의 발견을 통해 그것을 정립하려 했던 것인지, 아니면 ‘발견’이라는 말에는 발견할 대상으로서 민중언어에 대한 어떤 함의가 내재되어 있던 것인지에 대한 의문을 풀어가는 과정이자, ‘직면한 시대 속에서 언제나 현재 상태로 정립되는 미완결의 민중 개념’에 대한 문학적 흔적의 (재)탐색 및 지속적 사유의 연장을 촉발하는 작업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 KCI등재

        박상순 시의 기호학적 읽기 : 텍스트의 의미화 과정과 상호-텍스트성을 중심으로

        정민구 전남대학교 인문학연구소 2011 용봉인문논총 Vol.38 No.-

        서정시에 대한 잘 알려진 표준적인 독법 중의 하나는, 서정시의 화자를 가정한 다음, 그 화자의 언술이 지니는 특성으로서의 자기-지시성에 따르는 것이다. 자기-지시성은 언어가 외부의 사물을 지시한다는 일반적이면서도 신화화되어 있는 저 견고한 시학의 기본 원리를 전복시키는 방식임에도 불구하고, 종종 자기-지시라는 글자 그대로의 의미에서 폐쇄적인 방식의 하나로 이해된다. 박상순의 시는 난해성, 실험성 등의 결정-불가능성에 맞닿아 있는 시적 특성으로 인해 서정시가 아닌 것으로 분류되곤 한다. 그러나 서정시의 주체가 자기-지시적 언술을 통해 그 서정성을 극대화한다고 했을 때, 박상순의 시를 특정짓는 저 결정 불가능성은 오히려 서정시의 통상적인 표현 방식에 가까운 것이 된다. 그렇게 해서 박상순의 시를 읽을 때, 우리는 어쩌면 현실을 위장하고 있는 환상뿐만 아니라 그 너머의 실재까지를 더 읽을 수 있게 될 것이다. The one of standard readings, as being well known, is that assuming the speaker in lyrics and following the self-referentiality as the characteristic of something emmciated by him/her. Although the self-referentiality is an way to subvert the fundanlental principle of poetics, on which language directs its outer things generally and naturally, it tends to be regarded, to the letter, as a closed way. Park, Sang-soon’ s poetry is usually considered as being of non-lyrics for the poetic characteristic, which is very close to un-decidability viz. ,such as difficultness, experimentalness. However, so long as the subiect of lyrics maximizes his/her lyricalness, un-decidability of him is rather not far away from the standard way of enunciating. In this manner, when we read his poetry,we would more read 'the feal’ beyond as well as the fantasy of reality.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