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쇄국-개국기 대외 사유의 패러다임과 유형 : 한일 지식인의 대외 사유 공간

          장인성(張寅性)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연구소 1997 日本硏究 Vol.11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세계사와 포월적 주체

          장인성(張寅性) 서울대학교 일본연구소 2018 일본비평 Vol.10 No.2

          이 글에서는 고야마 이와오(高山岩男, 1905~1993)의 역사철학과 주체 문제를 살펴봄으로써 1930년대, 1940년대 일본에서 제국과 전쟁 상황의 현실에 대면했던 교토철학의 사상적 영위 내용과 특질을 밝히고 있다. 교토학파의 역사철학은 일본근대철학의 자연적 추세(시간성) 위에 세계사의 혁명적 재구성(공간성)이 부과된 형태로 전개되었다. 교토학파의 세계사철학에서 자연과 작위를 연결하고 시간과 공간을 결합시킨 계기는 전쟁이었다. 고야마는 유럽세계를 하나의 근대적 세계로 상대화하는 한편, 유럽 중심의 국제질서를 수정하고 일본의 역사적 세계가 포함된, 일본이 주도하는 세계사적 세계를 재구성하고자 했다. 또한 역사적 세계와 세계사적 세계를 지탱하는 서양문화와 동양문화의 관계를 재설정하고자 했다. 고야마는 유럽의 근대와 근대국가를 부정했지만 근대성 전체를 거부하지는 않았다. 개체적 책임주체와 자주적 정신을 중시하는 한편, 일본적 가치가 투사된 동양정신으로써 동서양의 포섭적 초월을 추구하였다. “이성을 포월하는 인간의 철학”을 지향하였다. By focusing on the philosophy of history and the idea of subjectivity of Koyama Iwao(1905~1993), the article explains the contents and traits of the Kyoto School's philosophy conducted in the context of empire and war during the 1930s and the 1940s. Kyoto School intellectuals' idea of historical philosophy basically was to structurally construct the world-historical world on the basis of the historical unfolding of Japanese modern philosophy. The momentum was Japanese imperialist war that had combined the natural/temporal development with the artificial/spatial transformation in the Kyoto thinkers' philosophy of history. While relativizing the European world as a modern world, Koyama endeavored to revise the Europe-centered international order and newly construct a Japan-led, world-historical world that contains Japanese historical world as a key component. He also imagined the conflation of Western culture and Eastern culture in which the historical world and the world-historical world had been based on. Koyama thought European modernity and modern nation-state were no longer valid even though he did not completely deny modernity itself. While respecting individual responsibility and self-reliance, he pursued the transcendental overcoming of both the East and the West by emphasizing the Oriental spirit based on Japanese values. Koyama aimed for the establishment of “human philosophy inclusively transcending human reason.”

        • KCI등재후보

          보수의 미학

          장인성(張寅性) 서울대학교 일본연구소 2015 일본비평 Vol.7 No.2

          탈냉전기에 일본 보수주의자들은 활발한 언론활동을 벌이면서 보수적 견해를 강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 글은 전후체제를 부정하고 포스트전후를 지향하는 일본 보수주의자들의 사상과 미학을 니시베 스스무(西部邁)와 사에키 게이시(佐伯啓思)를 중심으로 분석한다. 포스트냉전기 일본에서의 보수미학은 상식론, 질서론, 국가론에서 포착될 수 있다. 일본 보수주의자들은 상식과 체험에 나타난 역설적 심리에서 낭만적 기분과 투쟁감각을 드러낸다. 그들은 근대적 가치와 전통적 가치 사이의 균형을 모색하는 평형감각을 보이지만, 개인의 자유보다 사회의 질서를 중시했을 때 평형감각은 붕괴된다. 이들의 평형감각과 질서관은 전통과 역사에 기초한 국가 표상을 강화하고 전쟁체험을 기억해내 국가의식을 고양하고자 하는 공동성의 미학으로 귀결된다. 전후체제의 종언을 꿈꾸는 보수주의자들의 역설, 균형, 공동성의 미학은 전후체제 형성기에 보수주의를 정초한 후쿠다 쓰네아리(福田?存)에 견주어보면 상당히 이질적임이 드러난다. 사회과학적 비평을 하는 ‘포스트전후' 보수주의자들은 문예적 비평을 한 ‘전후' 보수주의자들과 달리 개체적 실존보다는 전체적 실존을, 개인의 자유보다는 사회의 질서를, 개별적 체험보다는 전체적 체험을 중시하는 보수적 사유를 보인다. ‘포스트전후' 보수주의자들의 ‘포스트근대' 지향성은 일본 지식사회에서 문예적 교양이 크게 약해진 것과 관련된다. Since the end of the Cold War, Japanese conservatives have propagated their conservative opinion through proactive media activities. This paper delves into the traits of the post-Cold War Japanese conservatism by examining the political aesthetics of Nishibe Susumu (1939~ ) and Saeki Keishi (1949~ ), who negate Japan's postwar system and envision the emergence of the “post-postwar” Japanese society. Grasping their political aesthetics could be accomplished by recognizing their conservative understanding of common sense, social order, and nationstate. In negating Japan's postwar system, Nishibe and Saeki reveal their romantic feelings and combative spirit, particularly when they discern the Japanese society's paradoxical situation that is caused by the disjunction between Japanese people's experience and common sense. Despite their emphasis on the equilibrium between traditional and modern values, such perspective collapses when they regard social order more highly than individual liberty. Their conceptualization is actually weakened by its own rigid understanding of the Japanese communal state, redefined by reassessing the meaning of tradition, history, and consciousness- that they endeavor to elevate by recalling Japanese people's patriotism in past wars. Aspiring to terminate Japan's postwar system, their view of paradox, equilibrium and communality significantly differs from that of Fukuda Tsuneari (1912~1994), a famous conservative literary critic who ardently published his conservative opinion in postwar Japan. “Post-postwar” conservatives, mostly social scientist critics, prefer communal life to individual existence, social order to individual freedom, and national experience to personal life. This perspective differs from the attitude of “postwar” conservatives, represented by literary critics. The “post-postwar” conservatives' effort to overcome modernity seems to be correlated to the weakening of literary criticism in the Japanese intellectual society.

        • 1LA-7 : 하폐수 처리를 위한 저비용 침적형 Membrane bioreactor 와공기를 이용한 막오염 제어방법

          장인성 한국공업화학회 2002 한국공업화학회 연구논문 초록집 Vol.2002 No.0

          하폐수 처리를 위한 저비용 침적형 Membrane bioreactor와 공기를 이용한 막오염 제어방법장인성호서대학교 환경공학과하폐수처리를 위해 사용되는 생물학적 처리밥법의 하나인 활성슬러지 공정의 침전조를 분리막 모듈로 대체한 MBR (Membrane Bioreactor)는 여러 가지 장점이 있어 차츰 그 사용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그러나 높은 초기투자 비용과 에너지 사용의 과다, 막오염으로 인한 운영상의 문제점 등이 해결해야할 과제로 지목되어 왔다. 순환펌프의 사용으로 인한 높은 에너지 사용은 침적형 MBR (Submerged MBR)의 등장으로그 단점이 어느 정도 극복되었다. 꾸준한 분리막제조기술의 발달으로 인해 초기투자 비용이 어느정도 줄어들기는 했어도 하폐수 처리에 분리막을 도입할 때의 초기 투자 비용은 아직까지 높은 편이다. 더구나 막오염으로 인한 MBR의 운영상의 문제점등은 시급히 해결해야 할 과제로 오래전부터 지목되어 왔다.본 연구에서는 간단한 방법으로 제작된 NWPP (Non Woven Polypropylene)막을 침적형 MBR에 적용시켜 상용화된 막과 그 성능을 비교하였다. 또한 관형막 모듈 안으로 공기를 주입하는 방법으로 막오염을 제어하고자하였다. NWPP막은 상용화된 PS막에 비해 플럭스나 세균제거율 등이 다소 떨어지기는 했어도MBR에 사용하기에는 큰 문제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공기를 주입하는 방식에서는 40% 이상의 플럭스 상승을 보여 막오염 제어의 또 다른 방법의 가능성을 보였다.

        • KCI등재

          MBR(Membrane Bio-Reactor) 시스템에서 ECP의 여과 특성에 관한 연구

          장인성 대한상하수도학회 2003 상하수도학회지 Vol.17 No.5

          Membrane Bie-Reactor (MBR) system offers several advantages over conventional activated sludge process. But the major hurdle in the extensive use of this process is the continuous reduction of permeation flux caused by membrane fouling. The aim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membrane fouling characteristics in the MBR process. As MLSS decreased, Rc decreased. The cake resistance (R_(c)) was predominant even though MLSS fell down to 90㎎/L. Composition of ECP was investigated using the heating method. Potpaccharide was predominant (58%) Over the other constituents (DNA, RNA. Protein). The selective oxidant for sugars, sodium periodate was dosed to activated sludge to partialty destruct the floc matrix. and then ultrafiltraon of the suspension was canied out with a control (without periodate treatment). R_(c) and R for the sludge treated by periodate increased and Roc size decreased. This floc breakage was due to an oxidation of ECP by periodate. Destruction of floc structure caused by partial oxidation of ECP played a key role in increase of R_(c) and R_(f) respectively. The breakage of ECP was confirmed by GFC (Gel Permeation Chromatograph).

        • Globular Clusters in the Brightest Coma Spiral Galaxy NGC 4921 and the Distance to the Coma Cluster

          장인성,이명균,Jang,,In,Sung,Lee,,Myung,Gyoon 한국천문학회 2015 天文學會報 Vol.40 No.2

          Deep archival V and I image data taken with Hubble Space Telescope have been used to investigate compact stellar objects in an anemic spiral galaxy NGC 4921 in the Coma cluster. We resolve a significant fraction of globular clusters based on the reconstructed master drizzled image data. The color distribution of globular clusters (GCs) shows a clear bimodal distribution. The blue and red GC populations show significantly different radial number density profiles. We derive the turnover magnitudes of globular cluster luminosity functions (GCLFs) for the blue and red GCs in the bulge and halo of NGC 4921. We also derive the GCLFs of two Coma cD galaxies, NGC 4874 and NGC 4889, and one coma S0 galaxy, NGC 4923. Turnover magnitudes of GCs in four galaxies agree well within uncertainties. A mean distance of four Coma galaxies is derived from turnover magnitudes of GCLFs. A value of the Hubble constant is determined from this distance estimate and radial velocity of the Coma. We discuss implications of our results in relation with the recent determinations of the Hubble constant.

        • KCI등재

          고대 동아시아사상의 백제 삼산

          장인성 공주대학교 백제문화연구소 2016 백제문화 Vol.0 No.54

          This paper discusses the meaning of the Tripartite mountain of Baekje in Ancient East Asian history. There were Tripartite Mountain named Ilsan(日山)․Fusan(浮山)․Osan(吳山) in Capital city, SiBi(泗沘) of Baekje. Samgukyusa(三國遺事) said that Immortals of Tripartite Mountain visited each other in the period of prosperity. This kind of story was originated from the faith of Three Mountain of Immortals(三神山) of ancient China. The faith of Tripartite mountain of Baekje influenced on that of Sinla(新羅). Tripartite mountain of Sinla(新羅) was placed on the vincinity of Capital city, Wanggyung(王京) of Sinla(新羅). Sinla(新羅) emphasized the faith of Tripartite mountain, enhanced their position as the most important sacrifice of state. State sacrifices(國家祭祀) of Sinla(新羅) was classified by mountains and rivers. Sinla(新羅) regulated Sacrifices of Tripartite mountain(三祀) as most important State Sacrifices. Ancient Japan arranged Fugiwarakyo(藤原京in the region of Kasihara(橿原). Fugiwarakyo(藤原京), Capital city of ancient Japan was placed in the middle of Tripartite mountain of Yamato. This means that Fugiwarakyo(藤原京) was related with Tripartite mountain of Yamato(大和三山). Emperor of Tienmu(天武) and Jito(持統) built Fugiwarakyo(藤原京). At that time, the faith of Tripartite mountain was influenced on the plan of Fugiwarakyo(藤原京). I think the faith of Tripartite mountain of Yamato was imported by envoy of Japan from Sinla. The faith of Tripartite mountain was played the important role to regard Capital cities of ancient East Asia as sacred place, because Tripartite mountain symbolized Immortals(神仙). 이 논문은 백제 삼산의 의미와 특징을 드러내기 위해 고대 동아시아 역사에서 보이는 각 국의 삼산을 검토하였다. 백제 사비 도성에는 일산․부산․오산의 삼산이 있었다. 삼산에는 신인들이 있어 국가 전성기에는 아침저녁으로 왕래하였다고 한다. 이러한 삼산 신앙은 중국의 삼신산(삼산)에서 유래하였다. 전국시대 중기 이후 성행한 삼신산(삼산) 신앙은 중국의 원유의 조성에 크나큰 영향을 주었다. 진시황은 난지를 조성하고 그곳에 봉래산과 영주산을 축조하였다. 한 무제도 상림원에 속했던 건장궁의 태액지 안에 봉래․영주․방장의 삼신산을 조성하였다. 당도 대명궁의 북쪽에 태액지를 파고 그 안에 봉래산을 만들기도 하였다. 신선이 산다는 삼신산을 궁 안에서 구현하고자 한 시도였다. 백제의 삼산 가운데 일산은 부여읍의 금성산, 부산은 백마강 변의 부산, 오산은 염창리 뒷산으로 비정된다. 이들 삼산은 넓은 의미의 왕도에 속하고 있어 삼산은 매우 계획적으로 배열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신들이 서로 왕래한다는 삼산은 왕궁과 사비 도성을 신성하고 신비한 공간으로 변모시켰을 것이다. 신라에도 나력, 골화, 혈례인 삼산이 있었다. 신라의 삼산은 왕경인 경주를 중심으로 외부와의 경계지역에 있었다. 고대 일본에도 香具山․畝傍山․耳成山의 大和 삼산이 있었다. 이들 삼산의 중간 지점에 藤原京이 위치하고 있어 등원경과 삼산을 매우 밀접한 관계에 있었다. 등원경을 조성한 천무․지통 시대에는 일본이 견신라사를 신라에 파견하여 서로의 정보를 교환하였던 점으로 보아 大和 삼산은 신라 삼산의 영향을 받았을 것이다. 신라의 삼산은 국가제사에서 大祀에 속했다. 신라가 삼산을 대사로 정한 정치적 이유는 지방 세력을 효과적으로 아우르고자하는 의도가 있었기 때문이다. 삼산이 국가제사로 편입되는 과정에서 왕경에 속한 삼산은 그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었다. 삼산은 왕경을 상징하고 진호하는 산으로 인식되었기 때문이다. 이런 점을 감안하면 백제의 삼산도 사비 도성을 진호하는 산으로 여겨졌기 때문에 백제의 국가제사에서 가장 중요한 대사로 분류되었을 것이다. 그러나 중국과 일본에서 삼산은 국가제사의 대상이 되지 않았다. 이런 점이 백제와 신라 삼산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