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후기자본주의의 위기 문제 : 하버마스를 중심으로

        이호도 진주교육대학교 1999 論文集 Vol.41 No.-

        This writing is written for identifying Habermas thought about late capitalist state and its crisis tendencies. He understands that late capitalist societies confronted various problems that can be regarded as crisis phenomena specific to the systems. In liberal capitalism, crises appear in the form of unresolved economic steering problems. Dangers to system integration are direct threats to social integration, and economic system has the first and fundamental functions. In capitalism, the class relationship is institutionalized through the labor market and is thereby depolitalized. The market assumes a double function: on the one haled, it functions as a steering mechanism in the system of social labor, which is controlled through the medium of money; on the other, it institutionalizes a power relation between owners of the means of production and wage laborers. The economic system requires an input of work and capital. The output consists in consumable values, which are distributed over time according to quantity and type among social strata. A crisis that derives from inadiquate input is a typical of the capitalist mode of production. The crises of liberal capitalism were output disturbances. The crisis cycle again and atwain placed in question the distribution of values in conformity with the system. If economic crisis tendencies persist in late capitalism, this indicates that government actions intervening in the realization process obey, no less than exchange process, spontaneously working economic law. Therefore the qualitatively expanded role of bureaucratic state power is indispensable. But, according to Habermas, this is another basis of displacement of crisis tendencies through intensified bureaucratic planning. Late capitalism is a contradictory unity, whose naturalizing tendencies are counteracted by a failing rate of the production and reproduction of meaningful sociopolitical relations. Reinforced by the disorganizing and contradictory effects of bureaucratic planning, loyally problems reduce the capacity of rouling groups to motivate and discipline their dependents.

      • KCI등재후보

        비판적 해석학적 접근에 의한 사회과 수업

        이호도 한국사회교과교육학회 2010 사회과교육연구 Vol.17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이 글은 새로운 사회과학의 패러다임으로 등장한 비판적 해석학을 사회과 수업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가 하는 문제의식에서 출발하였다. 현장에서 일상적으로 구현되고 있는 사회과 수업이 실질적으로 교육과정이 추구하는 이상적인 목표인 민주시민의 육성과 일치하는지에 대한 하나의 반성적 차원에서 토의라고 할 수 있다. 비판적 해석학은 진리를 합리적 의사소통에 의한 이해에서 그 가능성을 찾았다. 진리는 공통의 경험과 상호작용에 의한 반성적 사고에 의하여 삶의 의미를 발견하는 것이지, 기계론적으로 만들어 낼 수 있는 표준화된 절차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본다. 모든 문제의 탐구는 관심이 주도함으로서 지식의 방향을 설정하여 준다. 그렇기 때문에 모든 방법론은 현존재로서 그 시대 사람들이 무엇을 가장 소중한 것이라고 생각하느냐에 의하여 탐구 방향을 설정해 버린다. 이 관점에서 보면 비판적 해석학은 시대의 요청에 순응하여 나타난 탐구 방법론이다. 현대사회는 과거의 방식으로 해결할 수 없는 문제들이 우리 앞에 다가 왔기 때문에 관심이 이 문제를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쪽으로 자연스럽게 쏠리게 되었다. 그러나 이 방법이 한꺼번에 도입될 수는 없다. 왜냐하면 현존재로서 모든 사람들의 전이해 구조가 다르기 때문에 대화에 임하는 자세가 다를 수밖에 없다. 아직도 자신의 입장에서 사회를 해석하고 과거의 방식이 더 적합하다고 생각하는 부류의 집단들도 존재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우리는 현대 사회가 안고 있는 공동의 문제를 가지고 있는 것은 누구나 동의할 수밖에 없다. 경험 분석적 방법은 이들 문제의 해결에 한계를 가지고 있다. 그러므로 다른 방법을 찾지 않으면 인류의 미래는 위기에 처할 수 있기 때문이다. 지금까지의 진리관은 "나는 참이라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라는 논리를 증명하기 위하여 자료를 수집하고 분석하여 이른 결론이 참이라고 규정하였다. 이를 통하여 이루어준 결론은 엄격하고 보증된 것이기 때문에 방법론적으로는 하등의 잘못도 없다. 그런데 우리는 늘 문제투성이에 묻혀 살아가고 있다. 그것은 사회이론이 실천과 동떨어진 부분이 있기 때문이다. 이론과 실천을 연결할 수 있는 고리를 찾는 것이 현대 사회과학의 의무이다. 하버마스는 이에 이르는 유일한 통로가 철두철미한 이해와 이에 바탕을 둔 자연스런 실천을 언어이론에서 찾았다. 방해받지 않은 언어 상황, 왜곡 받지 않은 토의 환경에서 그 가능성을 발견한 것이다. 이 방법은 사회과의 본질 추구와 가장 적절히 조화될 수 있다. 개별화된 주체는 잠재적으로 독단적 요소를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다른 개별화된 주체와 열린 마음을 가지고 토론함으로서 철두철미한 이해에 이르게 되고 이에 맞춰 행동하면 모든 규제에서 해방될 수 있다. 이것이 "토의적 대화"에 의한 수업을 통하여 단련함으로써 가능하다.

      • KCI등재후보

        인간 소외 문제 해결을 위한 교육적 접근

        이호도 한국사회교과교육학회 2004 사회과교육연구 Vol.11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현재 학교 교육이 목표로 하고 있는 민주 시민 교육이 제대로 이루어지고 있는가에 대한 반성적 차원에서 이루어진 접근이다. 현대 사회는 경제적 발전으로 인하여 외면적으로 보면 굉장한 성과를 이룬듯 하지만 그 속을 들여다보면 오히려 무언가 비어있는 듯함을 느낄 수 있다. 지나친 쾌락을 추구한 결과는 거꾸로 허무로 돌아올 뿐 진정한 의미의 행복이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다. 이러한 관점에서 보면 인간은 자신의 존재에 밀착하기 보다는 서먹서먹한 관계로 돌아선다. 이런 측면을 인간의 소외라 보고 이것을 극복할 방안을 마련해 보자는 것이다. 먼저 인간의 소외가 어디로부터 파생된 것인지 그 근원을 프로이드와 융 그리고 마르크스로부터 찾아보았다. 프로이드와 융은 인간은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마음의 측면에서 볼 때 어느 정도 환자라고 보고 그 근원이 무의식(본능)이 의식을 장애하면서 발생한다고 보았다. 즉 본능의 허구를 타파하고 진실된 의식을 회복하자는 것이다. 반면 마르크스는 자본주의가 배태한 노동의 소외 문제를 다루었다. 자본주의 시장경제는 노동자가 자신의 노력의 성과물로부터 스스로 소외되고, 작업과정 속에서 분업의 확대에 의하여 자기 동료들과도 소외된다. 이를 해결하기 위하여 노동자가 의식화되어 자본주의 혁명을 통해 전복하고 노동이 의식된 공산사회를 설립하자는 것이다. 한편 심층심리학의 해석적 관점과 마르크스의 비판이론을 통합시켜 인간 소외 문제를 해결하려고 시도한 하버마스는 합리적 의사소통행위를 통하여 이를 극복하려고 하였다. 그러나 하버마스가 추구한 이상적 담론 상태는 인간이 깨어있지 않은 한 하나의 공론으로 끝날 가능성이 있다. 그래서 본고에서는 융의 정신분석법과 하버마스의 합리적 의사소통행위를 새롭게 결합시켜, 사색 교실에서 담론 교실로 나아가는 방법을 통하여 깨어있는 민주시민으로 태어날 수 있는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고자 한 것이다.

      • KCI등재후보

        체계론적 접근에 의한 시민사회

        이호도 한국사회교과교육학회 2006 사회과교육연구 Vol.13 No.4

        》사회과학 영역에서 시민, 시민성, 시민사회라는 개념만큼 난해한 것은 별로 없을 것이다. 왜냐하면 이들 개념들은 다양한 차원에서 정의되고 있기 때문이다. 정치적, 법률적 차원에서, 경제적, 사회적 차원에서 다르게 조명된다.시민성을 정치적 관점에서 보면 국가와 정치제도 그리고 법률체계와 직접 관련을 갖는다. 그러나 이 접근법은 현실적 경험적이라기보다 막연히 국가는 하나의 권력체로서 시민성을 권리와 의무라는 개념의 틀에서 파악하게 된다. 그리고 경제적 관점에서 보게 되면 계급과의 관계에 초점이 맞춰진다. 그렇게 되면 사회를 자본가와 노동자 계급으로 범주화하고 시민사회는 계급투쟁의 장으로 비춰질 수밖에 없다. 그러나 시민사회에 대한 시스템적 접근은 사회체계를 유기체의 삶의 과정에 인간 고유의 의식 작용을 결합시킴으로서 사회구조의 제도화 과정에 주안점을 둔다. 제도화 과정이란 인간이 환경에 적응하기 위하여 사회적 요소를 만들어 내고 이들 요소들은 상호 관련성을 갖기도 하고 독자성을 유지하면서 반복적인 과정을 통하여 질적인 변화를 수반하게 된다.사회화 과정은 의식적 작용에 의하여 사회에 적응해 가는 것이다. 그리고 이에 따라 점차 규제를 덜 받는 자율적인 공간이 확보되고 그 공간은 커뮤니케이션의 매개에 의하여 운동하게 된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커뮤니케이션의 질이다. 공동체의 구성원들이 깨어 있고 담론과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한다면 시민사회는 점차 높은 단계로 이동할 것이다.이를 검증하기 위하여 근대적 의미의 시민사회가 형성된 영국을 배경으로 논의를 시작하였다. 이 과정을 통하여 시민사회는 어떤 특정한 지역에 살고 있는 구성원들의 지정학적 관련과 의식체계가 고유한 의미의 시민성에 연결되고 실천될 때 그 사회만의 형성시킨 특정한 형태의 시민 사회가 성립된다. The Civil Society by Systematic Approaches

      • 고급 사고력 향상을 위한 초등 사회과 교수·학습 방안

        이호도 晋州敎育大學校 初等敎育硏究所 1998 初等敎育硏究 Vol.8 No.-

        Today, many people think that teachers should spend time teaching thinking skills directly. Some critis, however, argue that time spent teaching thinking skills diverts time from instruction that could be better spent on more purely academic subject matter. In response, some authorities claim that pupils learn academic subject content better when they also receive instruction focusing specitically on thinking skills development. Metacognition refers to the process people use to monitor their own thinking as they confront problems or dilemas. Several instructional approaches seek to help pupils more carefully monitor their thinking processes. The "thinking aloud" technique, based on the principle of modeling, requires the teachers to verbalize the steps followed in approaching a task similar to the one pupils will be assigned to do. The "visualizing thinking" technique encourages pupils to develop diagrams they can use to take notes that are clearly relevant to an assigned learning task. Inquiry approaches utilize inductive learning processes. They began by introducing pupils to isolated pieces of informations. Pupils proceed through a series of steps that culminate in their development of an explanatory generalization. General steps in an inquiry lesson are (1) describing essential features of a problem or dilemma (2) Suggesting possible solutions or explanations (3) gathering evidence to test these solutions or explanations (4) evaluating solutions or explanations in light of this evidence, and (5) develop conclusion based on the best evidence. Data charts can be used to develop pupils ability to compare, contrast and generalize. They typically feature information displayed in matrix. Pupils use individual cells as they look for patterns, identify similarities and differences, and draw general learners to consider perplexing problems in novel ways. The product of good creative thinking must be both new and useful. Brain storming in one technique teachers use to develop pupil creative-thinking skills. Critical thinking requires that judgements be made in light of defensible creteria. Problem-solving techniques are used when issues have "correct", "right" or "most appropriate" answers. A typical problem-solving lesson includes four steps : (1) identify the problem (2) consider possible approaches to its solution (3) select and apply approaches and (4) reach a defensible solution. Some problems have several possible solution. The specific decision a person reaches results from considering evidence and values. Decision making lessons can be used in a varity of circumstances in elementary social studies program.

      • KCI등재후보

        후기 자본주의 정당성과 커뮤니케이션의 역할(사회과 교육과 관련하여)

        이호도 한국사회교과교육학회 2007 사회과교육연구 Vol.14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는 후기 자본주의에 나타나는 정당성 문제를 합리적 의사소통과정을 통하여 해결해 보고자 계획된 것이다. 우리는 살아가면서 자신의 정당함이 인식될 때 자신감이 생기고 행복으로 충만하게 된다. 사회도 마찬가지로 구성원들이 정당하다고 인정할 때 안심하고 삶을 살아갈 수 있다. 그런 의미에서 후기 자본주의 사회는 해결하고 넘어 가야 할 일들이 산적해 있다. 물질적으로 불균등한 문제에서부터 환경의 문제까지 하나도 게을리 할 수 없는 것들이다. 이 문제를 등한시 하면 우리의 생존과 직접 연관되기 때문이다. 지금까지 이 문제해결을 위해 여러 가지 방법이 동원하여 부분적 만족은 얻었지만 총체적관점에서 볼 때 갈등의 골은 더 깊어져 가고 있다. 실증주의적 방법은 현대 사회문제를 해결하는데 한계점에 왔다. 물론 생산력의 발전에 기여는 하였지만 여타 더 중요한 사회문제들 예를 들면 빈부의 격차, 인간의 해방문제, 국제 불균형과 같은 문제들을 초래하였다. 우리는 이 문제들을 올바르게 해결하기 위해서는 마음을 열어 놓고 토의를 통하여 합의에 도달할 수밖에 없다. 토의는 상호 주관성을 존중하기 때문에 지배와 피지배의 관계가 사라진다. 자기의 상황에서 이 세계상을 해석하고 이해할 뿐만 아니라 상대방의 입장에서도 이해하려고 한다. 이 과정 속에서 공동의 전선이 형성되고 점차 지평융합이 일어난다. 후기 자본주의 사회에 와서는 체계 자율성이 증대해 가고 시민사회는 점차 개방적이며 동기구조는 점차 강화 된다. 지금까지 은폐되었던 규범구조가 점차 폭로됨에 따라 상호 이해없이 정당성은 확보될 수 없다. 학교 교육과정이 사회의 흐름에 보조를 맞추지 않으면 우리의 미래는 고통을 받을 수밖에 없다. 의사소통적 교육 방법은 현대사회의 문제해결에 가장 적당한 방법이다. 그것은 실증주의, 해석학적 비판이론도 모두 수용할 수 있는 방법론이다. 이 방법은 우리의 관심 영역을 모두 포섭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렇게 되면 교실은 열린 교육의 장이되고, 접근 방법은 통합적이다. 그리고 7차 교육과정이 터하고 있는 구성주의 철학도 실천할 수 있다. This essay is proposed to resolve the problems of legitimation in late capitalism. I have sought to prove that practical guestions can be treated discursively. It is an open guestion whether in complex societies motive formation is actually still tied to norms that require justification, or whether norm systems have lost their relation to truth. In early stages of the development of capitalism, the problems of survival and legitimation was overcomed by scientific-technological revolution. The sciences eventually estabilished a monopoly on the interpretation of outer nature; they devalued inherited global interpretations and transformed the mode of faith into a scientific attitude that permits only faith in the objectivating sciences. But rapid growth process of advanced capitalist societies have confronted world society with problems that cannot be regarded as crisis phenomena specific to the system, although the possibility of dealing with these crises are specially limited by the system. The process of socialization take place within structures of linguistic intersubjectibity. The motive for readiness to conform to a decision making power still indeterminate in content is the expectation that this power will be excercised in accord with legitimation norms of action. The ultimate motive for readiness to follow is the citizens that he could be discursively convinced in case of doubt. Communicative learning process lead to students to open their motivational structures. They are also opened to each others and interpretive status all of them. From this reflection, they follows rationaly motivated agreement and consensus on a recommended norm. This process can be construct his and their knowledges and values. The cognitive component of norms is transformed in the prices of time and discursevely redeemed, that is grounded in consensus of participants through argumentation.

      • 효율적인 초등 사회과 교수-학습 모형 : 탐구 모형을 중심으로

        이호도 晋州敎育大學校 初等敎育硏究所 1995 初等敎育硏究 Vol.5 No.-

        In considering the goals of social studies, the most effective teaching-learning, model is inquiry-model. According to sixth curriculum reform, the goals of social studies are to acquire the principles and concepts of social phenomenon and to solve new problems every day happenings. To solve these problems, this approach maybe most effective model. But because teachers and students are not accustomed to this process, they are teaching and learning traditional method as usual. To solve these problems, I want to point out some reasons. Firstly, teachers are not perfectly comprehend inquiry process, to accomplish this lesson smoothly, teacher's role are to give impetus the children to learn his lesson and to solve his problems in orderly fashion. But because most teachers are not accustomed to the technique of this approach and method of these all process, they can't accomplish their role for this lesson. Secondly there are short of the support of authority. It is necessary many mediums and materials for learning in inquiry process, but in classroom there are lack of materials and supportings for this process. Thirdly, it is urgent to develop learning medium for inquiry model. Although present curriculum is mainly framed for inquiry-process, teachers can't easily acquire teaching materials. Present teaching materials are not suitable for not-trained teachers. Inquiring lesson is considered to be difficult for teachers and children for early stage, but it is not impossible. When we are conceived of this method of approach, the students in the classroom are active and vivid.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