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문헌, 지리 그리고 고분을 통해 본 삼국시대 김천지역 세력의 구성과 동향

          이진혁 영남고고학회 2021 嶺南考古學 Vol.0 No.90

          This study discusses the composition and trend of power in Gimcheon region of the Three Kingdoms Period. First, this tried to figure out how the forces of the district in Gimcheon region of the Three Kingdoms Period were formed through literature, maps, geographical features, and patterns of distribution of ancient tombs, and later examined the development of ancient tombs in each of the districts to consider its meaning with historical background. There are three main things that have been discovered through this way. The first is about the center and range of Gammun-guk. According to Samguk Sagi, there was a village country called Gammunso-guk in Gimcheon region before it was subjugated by Silla. So far, Gammungun or former Gammunso-guk's center was presumed to be the area of Gammunsan Mountain in Dongbu-ri, Gaeryeong-myeon. However, it is assumed that Gammun-guk's center was not the area of Gaeryeong-myeon but the area of Gammun-myeon Munmuri-ri of Eomo district, based on the distribution of ancient tombs from the Bronze Age in the Gimcheon area. The growth background of the group who built the Munmuri's tombs can be found on the traditional basis of the small-national stage. The second is about the trend of the political group in Gimcheon region after Gimcheon region realigned by Silla. Silla did not place a foothold in the center of the existing small country as part of its regional reorganization plan, but established a central base in the eastern part of Gaeryeong, which is believed to have had a weak traditional base. Along with that, it is believed that the Bonghwajae area where Yongjeon-ri and Chogok-ri remains located on the southern coast of Gamcheon river grew together as a hinterland. Finally, it is about Gimcheon region as the rear base of Silla in the process of expanding its territory. Silla, which was affiliated with Baekje during the 5th century, advanced to thewestern part of the Sobaeksan Mountain Range for the reasons of defending Goguryeo, including the regions of Boeun and Okcheon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However, as relations with Baekje deteriorated rapidly, Gimcheon region is important as a rear base that can support the outpost of Sobaeksan Mountain Range. The term 'Geumsan Dangju' is shown in the literature and the aspect of the Moam-dong and Seongnae-dong tombs in the Geumsan District showed a deep similarity to the Gyeongju region, which is believed to have grown when the role of the rear base became important. 본고는 삼국시대 김천지역 세력집단의 구성과 동향을 논의한 연구이다. 먼저 삼국시대 김천지역의 세력이 어떻게 구성되었는지를 문헌과 지리적 특징 그리고 고분의 분포양상 등을 통해 살펴보았고, 이후 김천지역 고분의 전개양상을파악하여 그것의 의미를 역사적 배경과 함께 고찰하였다. 이를 통해 파악한 내용은 크게 세 가지이다. 첫 번째는 감문국(甘文國)의 중심에 대한 것이다. 『삼국사기』에 의하면김천지역에는 신라에 의해 복속되기 이전 감문소국이라는 읍락국가가 존재하였다. 지금까지 삼국시대 김천지역의 감문군이나 그 이전 감문소국의 중심지는 지금의 개령면 동부리의 감문산 일원으로 추정되었다. 그러나 김천지역 내 청동기시대의 유적과 삼국시대 고분군의 분포 및 그 양상으로 미루어 감문국의 중심지는 개령면 일원이 아닌 ‘금물'의 감문면 문무리 일원이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삼국시대 문무리고분군의 주요 특징은 재지색이 매우 짙다는 것인데, 이는재지세력의 전통적 기반이 강하였던 것으로도 이해할 수 있다. 이를 말해주듯 문무리고분군은 김천지역 내 단일고분군으로 규모가 가장 크다. 그리고 그 성장 배경이 고분의 양상으로 보아 신라중앙의 지원 아래에 이루어진 것은 아니었으므로 삼국시대 문무리 일대가 성장할 수 있었던 일차적 배경은 소국단계의 전통적 기반에서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두 번째는 신라의 진출 이후 지역 세력의 동향에 대한 것이다. 5세기대 신라의 지방지배 방식은 소위 ‘간접지배'라는 형태이다. 그러나 그러한 지배방식이 모든 지방에 일률적으로 적용된 것은 아닌 것으로 보이며, 재지세력의 규모나, 지정학적 위치 등의 변수에 따라 통제의 방식을 달리하며 지방지배를 실현하였을 것이다. 이에 김천지역은 고분의양상으로 미루어 신라로부터의 정치적 통제가 비교적 약하게 미쳤던 것으로 판단된다. 다만 ‘감문국을 토벌하고 격파하였다'는 삼국사기의 복속기사 역시 유의미하므로 신라 진출 이후 어떠한 방식으로든 지역세력의 재편은 이루어졌을것으로 추정된다. 여기서는 이러한 양상을 잘 보여주는 고분군으로 금물의 문무리고분군, 감문의 용전리 유적·양천리376-1번지 석곽묘에 주목하였다. 마지막으로 신라의 영역확장 과정에서 신라의 후방기지로서의 김천지역에 대한 것이다. 5세기대 백제와의 동맹 관계에 있던 신라는 고구려 방어를 위하여 소백산맥 이서지역으로 진출하는데 지금의 충북 보은, 옥천 지역 등이다. 그러나 백제와의 관계가 급속히 악화되면서 소백산맥 이서의 전초기지를 지원할 수 있는 후방기지로 김천지역이 부상한다. 문헌에서는 ‘금산당주(金山幢主)'라는 표현이 확인되고 ‘금산'의 모암동·성내동고분군의 고분양상이 경주지역과 깊은유사성을 보이고 있어, 후방기지로의 역할이 대두될 때, ‘금산'이 부상하였던 것으로 추정된다. 더불어 6세기 전엽 신라는 ‘지례' 방면으로 소백산맥 이서의 전북 무주 무풍·설천면의 ‘무산'을 지나 그 서쪽까지 진출하였던 것으로 판단된다.

        • KCI등재

          e-비즈니스 기업의 기만적 검색광고와 효과

          이진혁,김광재 국제e-비즈니스학회 2016 e-비즈니스 연구 Vol.17 No.1

          This study is a empirical quest into effects of e-Business Firm deceptive search advertisement on consumer advertisement attitude such advertisements. The results show that deceptive search ads play positive roles on consumer attitude and clicking intention, which paradoxically means that advertisers and media companies need to provide consumers with search ads on the basis of trust so that damages due to falsity·exaggeration can be minimized. On the other hand, in relation between deceptive ads and consumer advertisement attitude, results of looking into changes in influential relations with consumer product involvement in products as moderator varialble shows little statistical difference in advertisement attitudes and clicking intention and neither is main effects shown as well. Accordingly, it was confirmed that in the influential relation between deceptive search ads and advertisement attitudes, little moderating effect is shown. 본 연구는 e-비즈니스 기업 검색광고의 기만성이 소비자의 광고태도에 미치는 영향을 실증적으로 탐색한 것이다. 분석 결과, 기만적 검색광고는 광고태도 및 클릭의도에 긍정적인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결과는 역설적으로, 광고주와 매체사가 신뢰성을 바탕으로 검색광고를 소비자에게 제공하여 허위·과장으로 인한 기만 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편 광고의 기만성과 광고태도간의 관계에서, 소비자의 제품관여도를 조절변인으로 삼아, 영향관계의 변화를 살펴본 결과, 광고태도 및 클릭의도는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주 효과 또한 나타나지 않았다. 따라서 기만적 검색광고와 광고태도의 영향관계에서 제품관여도에 따른 조절효과가 나타나지 않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 KCI등재

          Investigation of Neonatal Staff Members' Attitudes toward End-of-Life Decision Making about Dying Newborns

          이진혁,조선영,권경아,김묘징 대한신생아학회 2017 Neonatal medicine Vol.24 No.2

          Purpose: The objectiv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physicians' attitudes toward ethical end-of-life decision making about dying newborns. Methods: Between October and December 2015, we surveyed 185 neonatal staff members working at 6 neonatal intensive care units to investigate their attitudes toward ethical end-of-life decision making about dying newborns. Results: The respondents generally agreed with using sedatives/analgesics to suppress pain despite the risk of fatality (80%), continuing current treatment without using other treatment methods (56.2%), and withholding emergency treatment in the form of cardiac arrest resuscitation (48.1%). In contrast, most respondents disagreed with administering drugs for the purpose of ending life, withholding neonatal intensive care, and withholding mechanical ventilation. Although the respondents believed that it is necessary to suggest that the parents of dying neonates sign do-not-resuscitate (DNR) orders (62.7%), most of them found it difficult to talk to parents/families about DNR orders (90.8%), or wanted to refrain from obtaining families' consent in person (84.9%). Conclusion: Korean neonatal staff members believed that withholding or withdrawal of treatment is necessary when making ethical decisions about dying neonates; however, they preferred to use conservative, rather than active interventions.

        • KCI등재

          MMPI-2를 이용한 생체 간 공여자들의 심리적 특성에 대한 연구

          이진혁,최태영,윤서영 한국정신신체의학회 2019 정신신체의학 Vol.27 No.1

          Objectives:Living donor liver transplantation (LDLT) is a life-saving therapy for patients with terminal liver disease. Many studies have focused on recipients rather than donors.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assess the emotional status and personality characteristics of LDLT donors. Methods:We evaluated 218 subjects (126 male, 92 female) who visited Daegu Catholic University Medical Center from August 2012 to July 2018. A retrospective review of their preoperative psychological evaluation was done. We investigated epidemiological data and the Minnesota Multiphasic Personality Inventory-2 questionnaire. Subanalysis was done depending on whether subjects actually underwent surgery, relationship with the recipient, and their gender. Results:Mean age of subjects was 32.19±10.91 years. 187 subjects received LDLT surgery (actual donors) while 31 subjects didn't (potential donors). Donor-recipient relationship included husband-wife, parent-children, brother-sister etc. Subjects had statistical significance on validity scale L, F, K and all clinical scales compared to the control group. Potential donors had significant difference in F(b), F(p), K, S, Pa, AGGR, PSYC, DISC and NEGE scales compared to actual donors. F, D and NEGE scales were found to be predictive for actual donation. Subanalysis on donor-recipient relationship and gender also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 in certain scales. Conclusions:Under-reporting of psychological problems should be considered when evaluating living-liver donors. Information about the donor's overall psychosocial background, mental status and donation process should also be acquired. 연구목적: 생체 간이식은 간 질환으로 치료가 어려운 환자들에게 타인의 간을 제공하는 치료 방법 중 하나로, 수혜자에비해 생체 간 공여자들의 특성에 대한 연구가 상대적으로 부족하다. 본 연구는 생체 간 공여 예정자들의 정서상태와 성격 특성을 평가하고, 공여 여부와 수혜자와의 관계 및 성별에 따른 차이점 유무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방 법: 2012년 8월 1일부터 2018년 7월 31일까지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외래에 방문한 생체 간 공여 예정자 218명(남자 126명, 여자 92명)의 의무 기록을 후향적으로 검토하여 사회인구학적 특성 및 정신건강의학과적 평가에 관한 정보를 수집하였다. 공여 예정자들의 수술 시행 여부, 공여자-기증자의 관계와 성별에따라 군을 나눈 후 사회인구학적 특성과 다면적 인성검사 II (Minnesota Multiphasic Personality Inventory-2) 척도값을 비교하였다. 결 과: 대상자들의 평균 연령은 32.19±10.91 세였다. 본원에서 공여자 간절제술을 받은 자는 187명, 받지 않은 자는 31명이였다. 공여자-수혜자 관계에서 남편-아내는 40명, 부모-자식은 157명, 형제-자매는 12명, 기타 친족및 지인은 9명이였다. 대상자들은 대조군과 비교했을 때 타당도 척도 L, F, K와 모든 임상 척도에서 유의미한차이를 보였다. 공여자 간절제술을 받은 대상자들은 받지 않은 대상자들에 비해 타당도 척도 K와 S에서 유의미하게 높은 수치를, 타당도 척도 F(b)와 F(p) 및 임상 척도 Pa와 함께 성격병리 척도 AGGR, PSYC, DISC, NEGE 에서 유의미하게 낮은 수치를 보였다. 공여자 간절제술 시행 여부의 예측 변인으로 타당도 척도 F, 임상 척도 D와성격병리 척도 NEGE가 있었다. 공여자-수혜자 관계와 성별에 따른 차이점을 비교하였을 때, 일부 척도들에서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다. 결 론: 생체 간 공여자들의 평가에서 심리적 문제의 축소 보고 가능성을 유념해야 한다. 또한 공여자들을 평가할 때정서 상태, 공여를 결정하기까지의 과정과 배경, 가족 구성원들과의 관계 또한 파악하는 것이 필요하겠다.

        • KCI등재

          한방병원에 내원한 악관절 환자 52명에 관한 임상적 고찰

          이진혁,설무창,민관식,진은석,정해찬,Lee,,Jin-Hyuk,Sul,,Moo-Chang,Min,,Kwan-Sik,Jin,,Eun-Seok,Jeong,,Hae-Chan 척추신경추나의학회 2009 척추신경추나의학회지 Vol.4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Objectives : The propose of this study is to analyze characteristics with sex, age, motivation, symptom, Impression, treatment effect about temporomandibular disorder patients. Method : We performed a retrospective study of 52 patients who visited the Jaseng Hospital of Oriental Medicine, from August 2008 to October 2008. Result : Women occupied the most part. And 27 persons in the 20th are the most distribution of age. The majority of patients occured the symptom for no reason. In the distribution of symptoms, TMD pain(88.46%), Click sound(82.69%), neck pain(52.92%), headache(38.46%), lumbago(21.15%) happened. In the impression through radiological diagnoses, The majority of patients diagnosed Straightening of cervical lordotic curvature. Oriental medical treatment showed a very valuable effect on improvement of TMD symptom. Conclusion : The results showed a valuable treatment effect of temporotandibular disorders on Oriental medical treatment. Therefore this work have the necessity of continuous study and observation and will help us to understand the features of patients who visiting the TMD clinic of Jaseng Hospital of Oriental medicine.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