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후보

        흰쥐 C6 신경교종 세포에서 Fluoxetine의 전처리 시간에 따른 Dexamethasone-매개 열충격 단백질 70의 발현 억제

        이준석,양병환,김석현,최미란,채영규 대한정신약물학회 2004 대한정신약물학회지 Vol.15 No.1

        Objective :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effect of dexamethasone and fluoxetine on the expression of 70kDa heat shock protein(HSP70) in C6 glioma cells. Methods : The C6 glioma cells belong to control group were incubated with DMEM culture solution, the cells belong to dexamethasone group were incubated with dexamethasone for 6 hours, and the cells belong to fluoxetine group were incubated with fluoxetine for 1, 6, 24, and 72 hours, separately, and then exposed to dexamethasone for an additional 6 hours. Crude extracts from control, dexamethasone and fluoxetine-treated C6 glioma cells were separated on a 10% SDS-PAGE and probed with anti-HSP70mAb. Results : 1) Dexamethasone(10uM, 6hours) reduced the level of HSP70 expression relative to control, but this reduction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2) Pretreatment with fluoxetine(10uM, 1, 6, 24, and 72 hours) and exposure to dexamethasone(10uM, 6hours) decreased the level of HSP70 expression according to the duration of fluoxetine treatment. 3) Fluoxetine significantly reduced the level of HSP70 at 24 and 72 hours compared to control. However, compare to the level of HSP70 expression at 24 hours, the level of HSP70 expression at 72 hours was elevated. Conclusions : These findings suggest that dexamethasone and fluoxetine may affect HSP70 expression through effects on GR. 목 적:시상하부-뇌하수체-부신(hypothalamic-pi -tuitary-adrenal;HPA) 축의 과다활동은 우울 장애의 특징이며, 항우울제 치료는 HPA 축의 과다활동을 정상화시킨다. 또한 스트레스에 반응하여 열충격 단백질(heat shock protein;HSP)이라고 알려진 일군의 단백질이 증가되는데, HSP의 일종인 70kDa HSP(HSP70)는 신경세포의 스트레스를 조기에 알려주는 민감한 표식자이며, glucocorticoid 수용체(glucocorticoid receptor;GR)에 결합하여 활성화시킨다고 알려져 있다. 그러므로 본 연구에서는 glucocorticoid, fluoxetine, 그리고 HSP70의 관련성을 규명하고자 하였다. 방 법:흰쥐 C6 glioma 세포에 glucocorticoid계의 일종인 dexamethasone을 6시간 동안 처리했을 때 HSP70의 발현 정도를 면역탁본법(im unoblot)을 이용해 조사하여 glucocorticoid가 신경세포에서 HSP70의 발현에 미치는 효과를 검증하였다. 또한 fluoxetine을 1, 6, 24, 72시간 동안 전처리한 이후 dexamethasone에 노출시켜서 HSP70의 발현 양상을 비교 조사하였다. 결 과:첫째, dexamethasone이 HSP70의 발현을 감소시키는 경향이 나타났다. 둘째, fluoxetine으로 전처리이준석 등 73 한 이후 dexamethasone에 노출시켰을 때 HSP70의 발현이 전처리 기간에 따라 감소되었으며, 특히 24시간 및 72시간에서는 대조군에 비하여 의미 있게 감소되었다. 셋째, fluoxetine을 전처리한 이후 24시간까지는 HSP70의 발현이 지속적으로 감소되었지만 72시간에서는 미약하지만 다시 증가되는 경향이 나타났다. 결 론:본 연구 결과는 fluoxetine 치료가 단기적으로 GR을 전위시키는 기전을 통하여 GR 저항성을 개선시킴으로써 HPA 축의 과다활동 및 혈청 cortisol 농도의 상승을 정상화시킬 뿐만 아니라 HSP70의 발현을 낮추고, 더 나아가 주요 우울증의 증상을 개선시킬 것이라는 새로운 항우울 작용을 제시한다.

      • 국어 속의 한자어

        이준석 국립국어연구원 2000 국어문화학교 Vol.- No.5

        한자와 한문이 중국에서 들어온 것임이 분명하나 우리에게는 이들을 우리 것으로 사용하려는 전통이 있다. 국어 속의 한자어는 한자와 한문을 토착화하려는 선인들의 이러한 노력 속에서 생성된 것들이다. 따라서 한자어를 우리 국어에서 몰아내려는 짓을 계속한다면 우리 스스로 문화의 무덤을 파는 것이라 아니할 수 없다. 한글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헌신했던 선각자의 본의가 어디에 있었는가를 다시 생각해 보게 된다. 그분들은 ‘자동’이나 ‘기계’란 말 대신에 ‘오토’나 ‘머신’이 버젓이 자리 잡고 있는 이런 현실을 기대했던 것은 아닐 것이다. 국어에서 나름대로 문화 관련 명칭으로 생명을 얻어가는 ‘회관’을 몰아내고 센터로 바꾸기를 바랐던 바는 더더욱 아니었을 것이다. 그분들이 한글 사용에 보인 열정은 한문이나 한자 뒤에 가려진 지나친 형식주의를 경계하고 새로운 문화를 받아들어야 할 시대적 당위성을 직시했던 결과라고 생각한다. 한자와 한문을 배우기 위해 보내야 하는 그 오랜 시간과 정열이 새로운 학문 체계와 기술의 습득으로 승화되어야 하는 시대적 요구를 선각했던 것이다.

      • KCI등재후보

        철도구조물 상시계측시스템의 교정방안에 관한 연구

        이준석,최일윤,이현석,고동춘 한국철도학회 2003 한국철도학회논문집 Vol.6 No.4

        A health monitoring system becomes a very useful tool to obtain information on long term behavior of the important railway structures such as very long span and special type bridges. It can be also used to give a warning signal to the maintenance engineer when the structure shows abnormal behavior. However, due to long term use and temperature changes, the health monitoring system needs to be calibrated periodically. In this study, calibration and gauge factor readjustment process made for the health monitoring system installed in the railroad bridges and tunnel are reviewed and a few findings are updated. Future work will be concentrated on the long-term analysis of the measurement data and on the database structures so that the assessment of the structure is possible 철도교량 및 철도터널 등의 철도 노반구조물은 시공 정밀도 및 공용기간 등 여러 가지 복합적인 요인으로 인해 설계시 예측한 이상적인 거동과는 다른 양상을 보이며 이를 대비한 구조물의 안전성 확보대책이 요구된다. 일반적으로 중요 구조물은 정기점검 및 정밀안전진단 등을 통하여 구조적 안전성 및 내하력 등을 확인하고 있으나 점검자의 주관, 재하시험 방법 및 계측기기의 상태에 따라 상이한 결과를 보일 수 있다. 따라서 국내 주요 교량 및 대표적인 구조물에 대하여는 상시계측시스템이 설치·운영되고 있으며 (이준석 등, 2000) 외국의 경우에도 설치 예가 보고된 바 있다 (Li 등, 2001). 그러나 상시계측시스템의 원활한 운영을 위하여는 계측센서의 적정 위치선정 (Heo 등, 1997) 및 주기적인 교정이 필수적이며, 특히 전기저항식 센서를 채택하여 상시계측시스템을 구축하는 경우에는 적절한 검정 및 교정작업이 계측데이터의 정밀도를 향상시키는 필수조건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실제 교량 및 터널 구조물에 설치되어 있는 계측센서, 현장계측실내 데이터 저장장치 및 중앙계측실내 데이터베이스에 대한 종합적인 검정방안과 이에 따른 교정작업을 중심으로 최근의 연구결과를 기술하였다.

      • 경제민주화에 대한 통일사상적 고찰

        이준석 통일사상학회 2016 통일사상연구 Vol.11 No.-

        현재 한국의 정치권은 여야를 막론하고 경제민주화를 주요 정책으로 채택하고 있 다. 경제민주화 논의가 사회의 뜨거운 이슈로 떠오르게 된 배경에는 경제성장 정체, 경기 불황, 실업률 증가 등 지속적으로 악화되는 작금의 경제상황과 무관하지 않다. 경제적 취약계층이 증가하면서 부의 양극화가 심화되어 소위 재벌로 불리는 고소득 층에 대한 재분배 요구가 높아진 것이다. 경제민주화는 경제 분야도 정치 분야처럼 민주주의적 요소를 도입하여 자본주의의 양극화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시도로, 우리나라 헌법 119조 2항에서도 그 근거를 찾을 수 있다. 경제민주화의 주요 주장 에 따르면 경영자(자본가)와 종업원(노동자)간 힘의 균형을 위해 노동조합의 힘을 좀 더 강화해야하고, 국가는 복지제도 확대, 재벌규제, 세금 누진제도 등의 각종 수 단을 동원하여 부의 재분배에 적극적으로 개입해야 한다고 한다. 그러나 통일사상의 관점에서 볼 때 이러한 경제민주화 방안으로는 부의 재분배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어렵다. 먼저 통일사상은 민주주의를 이상적 체제가 아닌 탕감복귀시대의 과도기적 체제로 보고 있고, 모든 것을 다수의 합의로만 결 정하는 부모 없는 불안한 형제주의로 간주하여 그 한계를 분명히 하고 있다. 또한 부의 불균형 은 개성진리체로서의 가치실현을 위한 자연스러운 결과이고, 개인별 적정소유의 수준 또한 양심 뿐 아니라 연체로서의 격위에 따라 다르므로, 노조나 국가의 힘으로 개인별 적정소유의 수준을 획일적으로 강제하고자 하는 시도는 그 누구도 만족시키기 어렵다. 통일사상은 다수의 힘을 통해 소수의 적정소유를 강제 하는 경제민주화보다 전 인류적 프로젝트 전개를 통해 인간의 양심과 연체의식을 일깨우는 이른바 경제평준화 운동을 제안하며, 이러한 운동이 공생·공영·공의주의 실현을 위한 바람직한 방향이라 믿는다. 경제민주화에서 경제평준화로의 사회적 관심 전환을 위한 재계, 정계, 언론계의 유기적 협력이 요구된다. Both parties in the current political sphere in Korea are adopting economic democratization as the key policy of their party. The emergence of discussions on economic democratization as a hot issue in society is not unrelated with the recent economic situation that continue to deteriorate due to sluggish economic growth, economic recession and increase of unemployment rate. The increase of economically vulnerable groups and increased disparity of wealth has led to the surge in demand for the redistribution of the wealth by the high-income bracket known as chaebols. Economic democratization is an attempt to resolve capitalism’s polarization problem by adopting democratic elements into the economic field like those found in the political field. It is grounded in Paragraph 2, Article 119 of the Constitution of the Republic of Korea. According to the main arguments of economic democratization, the power of labor unions should be strengthened to maintain balance of force between the manager (capitalist) and worker (laborer), and the state should actively intervene in the redistribution of wealth by employing a wide range of measures such as the expansion of the welfare system, regulations on chaebols and progressive tax system. However, from the viewpoint of the Unification Thought, it is difficult to find a fundamental resolution to the issue of the redistribution of wealth with such economic democratization measures. The Unification Thought views democracy not as an ideal form of system but rather a transitional system in the era of the restoration through indemnity. It clearly defines this system’s limitations which is regarded as a parentless and unstable brotherhood where all matters are decided by majority agreement. The disparity of wealth is a natural result in the course of manifesting people’s value as an individual truth body. The level of each individual’s appropriate possession differs depending on the status of their conscience and also their status as a connected body. Consequently, any attempt to enforce a uniform level of appropriate possession for each individual by the power of labor unions or the state is difficult to satisfy anybody. The Unification Thought proposes an “economic equality movement” that can be carried out as a global human project rather than through economic democratization where the majority has the power to force the minority into appropriate possession. I believe such campaigns are in the right direction toward the realization of interdependence, mutual prosperity and universally shared values. The organic collaboration between financial circles, political circles and the media are required for the shift of a social viewpoint from economic democratization to economic equality.

      • KCI등재

        일개 노인복지관 방문 노인환자들의 다약제복용과 부적절한 약물처방 실태

        이준석,이재은,정기윤,마승현,김미영,유상호,윤종률 대한가정의학회 2008 Korean Journal of Family Medicine Vol.29 No.12

        Background: Due to rapidly growing elderly population, there are increasing numbers of older persons with multiple chronic disorders and geriatric problems arising from polypharmacy. In this study we tried to find out the state of polypharmacy and inappropriate drug prescription and their related factors in community-dwelling elderly by review of drugs taken by older persons visiting a day health center. Methods: From April 2007 to July 2007, 80 subjects of 65 year-old or over with chronic illness who visited a elderly-wellness and health care center were randomly sampled. All of them were surveyed by structured questionnaires, medical records review, pill counts about all medications they are taking and experience of adverse drug reactions. And all the prescribed medications were reviewed or their drug prescription's appropriateness for each elderly according to Beers criteria. Data results were evaluated by frequency and correlation analyses. Results: The average counts of drugs taken by elderly with chronic disorders were 7.23, minimum 1 to maximum 27 drugs a day. Patients experienced more adverse effects significantly when more prescribed medications were taken (P=0.005), and patients with lack of information about their drugs had taken increased number of medications (P<0.001). Referred to Beers criteria, inappropriate cases of prescription were observed in 26 persons. Those drugs were NSAIDs including aspirin in 17 subjects (21%), amitrityline in 3 (4%), short-acting benzodiazepines in 3 (4%), long acting benzodiazepines in 2 (3%), and anticholinergic antihistamine in 1 (1%). Conclusion: Polypharmacy is very common in community-dwelling elderly with chronic disorders. More medications were related to more adverse drug reactions and lack of information about their drugs related to increased number of drug taking. High proportion of inappropriate drug prescriptions was observed in the elderly, which may have resulted from poor education concerning geriatric care of the medical personnels. 연구배경: 노인 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노인 인구의 만성질환 유병률이 증가함에 따라 노인들의 다약제 복용과 부적절한 약물복용에 따른 문제 발생 위험성이 증가하고 있다. 이 연구에서는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는 일부 지역사회 거주노인들의 다약제 복용 현황과 부작용 및 약 지식의 관계를 알아보고 Beers Criteria에 적용 시 부적절한 처방 사례를 파악하고자 하였다. 방법: 2007년 4월부터 2007년 7월까지 진료실이 개설되어 있는 노인복지관에 방문 중인 만성질환을 가진 노인환자를 대상으로 설문 및 전화 등을 통해 총 8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조사하였고 답변에 대해 빈도 분석, 상관관계 분석 및 Beers Criteria를 적용한 약물처방 적정성평가 연구를 수행하였다. 결과: 복용약물의 평균 개수는 7.23개였고 최고 27개의 약물 복용 노인 환자도 있었다. 복용약물의 수가 많은 노인일수록 약물 부작용의 경험이 많은 것을 확인할 수 있었고(P=0.005), 복용약물에 대한 지식 정도가 부족한 환자에게서 복용 약의 수가 증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P<0.001). Beers Criteria에 적용했을 때 부적절한 처방 사례는 전체 대상자 중 26명(33%)에서 나타났고 구체적인 약물로는 비스테로이드 소염제와 Aspirin이 17명(21%), Amitriptyline이 3명 (4%), Short-acting benzodiazepines가 3명(4%), Long-acting benzodiazepines가 2명(3%), Anticholinergic antihistamine은 1명(1%)으로 나타났다. 결론: 노인 환자에서 자신이 복용하는 약물에 대한 지식이 부족하거나 복용 후 부작용을 경험하는 경우에서 복용하고 있는 약물의 수가 더 많았다. 또한 노인약물처방지침에 근거해서 보았을 때, 부적절한 처방사례가 많았다. 이는 노인 약물처방에 대한 지침의 마련과 노인에 대한 약물관련 교육의 필요성을 시사한다.

      • KCI우수등재

        탄소섬유의 표면처리에 따른 탄소/탄소 복합재료의 충격 성질 변화

        이준석,강태진 한국섬유공학회 1997 한국섬유공학회지 Vol.34 No.12

        The effects of surface treatment of high strength carbon fibers on the impact properties of 2D and 3D carbon fiber reinforced composites and carbon/carbon composites are studied. It is found that air oxidation of carbon fibers deteriorates the impact property of the composites because of declined fiber/matrix interfacial strength due to creation of micro-pore on the carbon fiber surface. The impact property of heat treated (HT700 and HT950) carbon composites is superior to that of any other treated composites because of increased effective surface area of carbon fibers. The 3D structure is suitable for carbon/carbon composite in toughening aspect.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