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기획논문) 1643년 계미사행을 전후한 화원 이기룡의 행적 및 활동

          이정은 ( Lee Jeong-eun ) 부산광역시 시사편찬위원회 2017 항도부산 Vol.33 No.-

          화원 이기룡(李起龍, 1600~?)은 계미사행(癸未使行, 1643)의 수행화원(隨行畵員)이다. 계미사행은 조선화 또는 수행화원의 그림에 대한 일본 측의 요구가 폭증하면서 수행화원의 역할과 입지에도 변화가 나타난 사행이었다. 사실 계미사행부터는 통신사의 성격이 정치·군사적 면보다는 문화사절단으로서의 측면이 강화되었고, 이에 따라 수행화원의 활동 역시 본격화되었다. 조·일간 문화교류사의 측면에서 조선통신사를 연구한다고 할 때, 수행화원의 역할과 활약을 고찰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의미를 지니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기룡의 사행 기록은 물론이고 국내활동에 대한 기록도 소략하여 그의 연구는 입체적으로 이뤄지지 못하였다. 이에 본고는 이기룡의 계미사행 활동을 중심으로 전후 활동을 고찰해 보았다. 병자사행에 이어 이기룡이 파견된 계미사행 당시 일본 화단은 선화가 일대 유행이었다. 선화로 인해 병자사행에 이어 방일한 김명국과는 달리 그의 선화는 알려진 작품이 없다. 선화를 그려 남긴 김명국과는 달리 선화 한 점을 전하지 않는다는 것은 파견된 두 명의 화원의 역할과 활동에서 차이가 있었음을 짐작하게 하는 점이다. 수행화원으로서 일본측 구청에 응하는 그림을 그려 남긴 김명국은 그의 활동 이력이 고스란히 기록물을 통해 전하는 반면 이기룡의 활동은 찾기가 어렵다. 이러한 이유는 정묘호란(인조 5)과 병자호란(인조 14)을 겪은 조선이 대외활동에서 상대국의 군사정보를 그림으로 기록하고자 했던 바를 이기룡이 비밀리에 수행했던 바에서 비롯된 것으로 사료된다. 이런 추측은 이기룡이, 이홍규를 이은 화원가문인 점과 사행 이전 1638년 『인조장렬후가례반차도』를 제작하는 데 인조가 아꼈던 이징(李澄, 1581∼?)과 함께 참여한 점 등에서 미뤄볼 수 있다. 그의 현존하는 일본사행 작품은 말 그림으로 당시 긴박했던 사행과는 동떨어지면서도, 국내의궤 활동에서 볼 수 있는 세밀한 묘사가 두드러진 것을 미뤄보아서 사행 이전의 작품으로 추정된다. 즉 해당 작품은 일본 측의 요청으로 사전 제작해서, 일본으로 가지고 간 것으로 무게를 두었다. 단독으로 참여한 1631년 『선조목릉천장산릉도감의궤』의 사신도와 비교하면 정교한 필치와 안정적인 구도를 기본으로 하고 있는 점 등을 들 수 있다. 이기룡은 다른 회차에 파견된 수행화원들과 마찬가지로 사행 이후에 활발한 국내활동을 이어간 화원으로 볼 수 있으며 이 역시 부친과 가문의 영향이 컸다고 본다. 그런데 이기룡의 아들 이형정의 공적ㆍ사적 활동 기록이 전무한 점과 1661년 의궤 참여를 마지막으로 공적 활동이 없는 점 등은 이후 가문의 세력이 축소되었음을 알 수 있었다. 그는 한 개인의 화가로서보다 조선을 대표하는 화원이라는 공적 입장에 있었고, 그의 활약도 그런 범주 내에서 평가되어 왔다. 개인 작품이 현존하지 않는 수행화원 이기룡의 행적 범주를 좀 더 확산시켜 그의 가문적 배경과 도화서 내에서의 활약까지 두루 조망해 봄으로써 수행화원 이전과 이후의 내·외연적 활동을 고찰하였다. Painter Lee Gi-ryong (李起龍, 1600~ ) is an entourage painter of Gyemisahaeng (癸未使行, 1643). Gyemisahaeng was a journey in which there was a change in the role and position of the entourage painters as Japan`s demand for Joseon paintings or paintings of entourage painters increased. In fact, since Gyemisahaeng, the nature of the envoys was strengthened as a cultural delegation rather than a political and military aspect. When studying Joseon Envoys in terms of cultural exchanges between Joseon and Japan, it is very important to examine the role and performance of the entourage painters. Nonetheless, Lee Gi-ryong`s journey records as well as the record of his domestic activities were negligent and studies on him were not fully conducted. In this paper, this study reviewed pre- and post-activities of Gyemisahaeng focusing on Lee Gi-ryong`s Gyemisahaeng activities. When Lee Gi-ryong was dispatched to Gyemisahaeng following the Byeongja journey, line drawing was an art trend in Japanese painting circles. Due to line drawing, unlike Kim Myeong-guk who joined Gyemisahaeng following Byeongja journey, there are no known works of Lee Gi-ryong` line drawing. Unlike Kim Myeong-guk, who left a line drawing, Lee Gi-ryong did not leave a piece of a line drawing, which suggests that there was a difference in the roles and activities of the two painters dispatched. As an entourage painter, Kim Myeong-guk, who had drawn pictures to respond to the request of the Japanese side, conveyed his activity history through the records while it is difficult to find Lee Gi-ryong`s activities. It is thought that Joseon undergoing Jeongmyohoran (Injo 5) and Byeongjahoran (Injo 14) was supposed to try to record the military information of the other country in the diplomatic activities and this mission may have been given to Lee Gi-ryong. He was a painter who represented Joseon in a public position rather than as an individual painter, and his performance has been evaluated within such a category. As an entourage painter, Lee Gi-ryong whose personal works do not exist, was studied by extending the category of Painter Lee Gi-ryong`s activities further, to examine his inner and outer activities before and after the entourage painter by looking into his family background and his activities in Dohwaseo.

        • KCI등재후보

          한국형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도 활성화를 위한 EU 및 일본 사례 비교 연구

          이정은(Lee, Jeong Eun), 조용성(Cho, Yongsung), 이수철(Lee, Soo-Cheol) 한국기후변화학회 2015 한국기후변화학회지 Vol.6 No.1

          This study has aimed to compare an emission trading system (ETS) in the EU and Japan that introduced the scheme prior to Korea and provided the latter with a benchmarking model. Especially, the EU has a reputation for its well-organized and evolving system, and Japan has also successfully established the system despite its similar condition with Korea, such as an industrial structure and the degree of energy dependence. However, there are noticeable differences between the EU and Japan in their ETS. Whereas Japan has focused on securing certifications in CDM as the implementation of Kyoto protocol, EU has shown a tendency to transform the trading market from a parallel structure of EUA and CER transaction to only the EUA transaction after ending of 1st commitment period of the Kyoto Protocol. Since the differences were mainly caused by not only in a design of the system but also in internal governance and their national circumstance, it is meaningful to analyse the Korean case with a similar framework. This study may contribute to designing an appropriate system for emission trading in Korea through the comparison of the EU and Japanese case.

        • KCI등재

          합성곱 신경망을 이용한 Local Maximum Scalogram 기반 부정맥 분류에 관한 연구

          이혁재(Hyeok-Jae Lee), 민경진(Kyoung-Jin Min), 이상엽(Sang-Yeob Lee), 문종민(Jong-Min Moon), 이강휘(Kang-Hwi Lee), 이정은(Jung-Eun Lee), 이정환(Jeong-Whan Lee) 대한전기학회 2021 전기학회논문지 Vol.70 No.5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whether it can be used for arrhythmia detection as a wavelet transform and another feature extraction method using the probability distribution of LMS(Local Maximum Scalogram). The SVM(Support Vector Machine) model uses two kernels: Polynomial and Radial Basis Function(RBF). Three types of data are used: standard deviation of the row (n), standard deviation of the column(n/2), and standard deviation of the row and column (3n/2) of the basic LMS matrix according to the sample (n = 90,180, 270, 360, 450), The training data of the CNN model uses two LMS matrices when fixed to and. The trained model is divided 5 times, and K-fold cross-validation is performed and evaluated using ROC, AUC, and confusion matrix. Finally, the filtered ECG data is compared with the confusion matrix result graph to consider the types of arrhythmia that are difficult to classify. CNN is evaluated to show good overall performance when is. The results of the SVM model show the possibility that the standard deviation values of the LMS's rows and columns can be used as a feature of arrhythmic bit detection. Since it is simple but very efficient, it is expected to be used in various ways as a single feature extraction method.

        • KCI등재

          울산박물관 전시패널 융합 연구

          이정은(Lee, Jeong Eun), 최고운(Choi, Ko Woon) 한국전시산업융합연구원 2021 한국과학예술융합학회 Vol.39 No.2

          박물관 관련 연구가 주로 학생에 편중되어 있다는 점과 박물관 전시패널 연구가 부족하다는 문제의식에서 시작하여, 20대를 중심으로 전시 소통의 매체로 활용되는 패널에 관한 연구를 시작하였다. 본 연구의 목적은 문화향유 비율이 높은 20대를 박물관에 유입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그들의 패널 선호도를 알아보는 것이다. 따라서 본 논문은 20대 45명에게 울산박물관 타이틀패널 12개를 제공한후, 선호패널과 비선호패널을 선정하고, 그 이유에 대해 질문하였다. 연구내용 및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울산박물관 패널 중 선호도가 가장 높은 ‘울산 자동차산업' 패널은 비 선호도에서 가장 낮은 순위를 차지하였고, 가장 선호도가 낮은 ‘광복 이후 울산'패널은 선호도 부문에서 전체 12개 중 11위를 차지하여, 20대들의 분명한 선호도와 비선호도를 확인하였다. 둘째, 패널 선호도의 범주는 콘텐츠, 설명방법으로 나뉘었다. 선호패널의 경우 전시의 내용적 측면보다 그 내용의 설명방법에 따라 선호도가 높아진다는 것을 확인하였으며, 이 중에서도 200자 이내의 ‘명료한 기술' 이 가장 선호되었다. 비선호패널 역시 설명방법이 더 높은 주목도를 받았는데, 패널 내용의 ‘비체계적 구성'이 가장 큰 영향을 미쳤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패널의 설명방법에 대한 다양한 고찰이 필요하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또한 패널 내용은 통일성을 가져야 하며, 전시패널을 통해 그 박물관만의 특징을 알 수 있을 때 선호도가 높아졌으므로, 타 박물관과는 차별화되는 내용을 포함하여야 한다. 본 연구는 울산박물관만을 분석하였다는 한계가 있으나, 다방면의 박물관 패널을 분석하기 위한 패널 연구의 기틀을 마련하는 데 일조하였다. 향후 연령대별 전시패널 이해도를 연구하여 전시 소통의 기제로서 진일보한 패널 연구가 나오길 기대한다. This research starts with the fact that museum researches are primarily focused on the subjects of students and so exhibition panels are less focused than other subjects. The purpose is to examine young visitors' panel preferences. Therefore, 12 Ulsan Museum title panels were provided to 45 people in their 20s.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the highest preferred panel ranked the lowest in non-preference, and the lowest preferred panel ranked 11th out of 12 in the preference category. Second, the preference was higher depending on the method of explaining and among them, “clear writing” with less than 200 characters was the most preferred. In case of non-preferred panels, non-systematic composition had the most significant impact. Based on these findings, various panel's explanation methods were needed. In addition, the contents of the panel should be unified and should include unique information about the museum. This study will lay the threshold for further panel researches, although there was a limit to analyzing only Ulsan Museum.

        • Spitzer IRS mapping of L1251B

          이정은,Lee,,Jeong-Eun 한국천문학회 2010 天文學會報 Vol.35 No.1

          L1251B, which was revealed as a small group of protostars by the Spitzer Space Telescope (SST), presents a great site of studying chemical evolution in gas and ice as well as various dynamical processes associated with star formation (infall, rotation, and outflow). We have mapped L1251B with the Infrared Spectrograph (IRS) aboard the SST to study the chemical distribution in the phases of gas and ice and the dynamical feature related to shock in the region. Various atomic lines and the $H_2$ pure rotational lines, which trace different shock velocities, were detected. In addition, the distribution of the water and $CO_2$ ices hints variety of the ice desorption mechanism in L1251B.

        맨 위로 스크롤 이동